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펼치기
        • 등재정보
          펼치기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펼치기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고등학생의 학습동기조절전략 사용에 따른 군집유형

        이정윤 한국상담학회 2014 상담학연구 Vol.15 No.5

        This study examined cluster types among high school students based on the use of seven learning motivational regulation strategies presented by Lee(2003) on the basis of Schwinger, von der Laden, & Spinath’s(2007) motivational regulation strategies. In addition, this study examined the difference between cluster types on metacognitive and behavioral regulation, and academic achievement. 354 high school students in Seoul and Gyunggi area were participated. Cluster analysis revealed five subgroups of students; low profile, goal-focused profile, intrinsic strategy-focused profile, high profile, and extrinsic strategy-focused profile. High profile group were used the most on metacognitive regulation such as planning, monitoring, modifying and on behavioral regulation such as behavioral control, time-management, help-seeking, which was followed by intrinsic and extrinsic strategy-focused profile group, and goal-focused profile group, whereas low profile group were used the least on them. Also, low and extrinsic strategy-focused profile groups showed the lowest grade, no significant differences between the above two groups, on the other hand, high, intrinsic and goal-focused profile groups showed higher grade than low profile group. Finally, the implications and limitations of this study were discussed. 본 연구는 Schwinger 등(2007)의 동기조절전략 척도를 토대로 이정윤(2013)이 제시한 7가지 학습동기조절전략의 사용 정도에 따라 우리나라 고등학생들이 어떻게 군집화 되는지 살펴보고, 각 군집들 간에 초인지조절과 행동조절, 그리고 학업성적에서 차이가 나는지 검토하고자 하였다. 서울과 경기 소재 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학생 354명을 대상으로 학습동기조절전략의 사용에 따른 유형을 확인하고자 군집분석을 실시한 결과, ‘저빈도 자기조절집단’, ‘목표중심 자기조절집단’, ‘내재적 동기중심 자기조절집단’, ‘고빈도 자기조절집단’, ‘외재적 동기중심 자기조절집단’과 같은 5개 군집이 도출되었다. 그리고 자기조절전략을 가장 많이 사용하는 고빈도 집단이 계획, 점검, 조절과 같은 초인지조절 전략이나 행동통제, 시간관리, 도움요청과 같은 행동조절 전략들을 가장 많이 사용하고 있었으며, 다음으로 내재적 및 외재적 동기중심 집단, 그리고 목표중심 집단의 순이었고, 자기조절전략을 거의 사용하지 않는 저빈도 집단이 가장 적게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성적은 저빈도 집단과 외재적 동기중심 집단 간에 유의한 차이가 없이 가장 낮은 성적을 보였고, 고빈도 집단, 내재적 동기집단, 목표중심 집단의 순으로 성적이 높게 나타났다. 마지막으로 본 연구의 의의와 한계에 대하여 논하였다.

      • KCI등재

        개정판 청소년용 부적응적 사고척도의 타당화 연구

        이정윤 한국인지행동치료학회 2011 인지행동치료 Vol.11 No.1

        본 연구는 이정윤(2007)에 의해 개발된 청소년용 부적응적 사고척도를 개정하고, 개정판 척도의 요인구조, 신뢰도 및 타당도를 확인하기 위해 실시되었다. 서울, 경기지역의 중고등학생 535명을 대상으로 한 연구 1에서는 이전 척도의 문제점을 보완하여 9요인 구조로 이뤄진 44문항의 개정판 척도를 제작하였는바, 요인구조는 이전 척도와 동일하였고, 하위요인들의 내적일치도는 이전 척도에 비해 다소 향상되었다. 상위요인분석 결과, 자기중심화, 화에 대한 낮은 인내력, 문제행동 과소평가, 타인비난, 완벽과 인정추구는 외현화문제 특정적인 부적응적 사고로, 자기비난, 자기비하, 부정경험 과대평가는 내면화문제 특정적인 부적응적 사고로 묶여졌다. 전국단위표집으로 1233명의 중고생을 대상으로 연구 2를 실시한 결과, 개정판 척도의 일반화 가능성이 검증되었으며, 한국판 아동청소년용 자동적 사고척도 및 수정판 일반적 태도 및 신념척도, 그리고 도식 질문지와 유의한 정적상관을 보여 적절한 수준의 수렴타당도를 지닌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개정판 척도는 일반 청소년들 가운데 내면화-외현화 문제행동을 보이는 집단에 따라 유의한 점수 차이를 나타내 적절한 수준의 변별타당도를 보였다. 나아가 개정판 척도는 일반 외현화문제 청소년과 임상적 수준의 외현화문제 청소년을 잘 구별해주는 것으로 보인다. 마지막으로 본 연구의 의의와 한계에 대하여 논의하였다. The aim of this study was to develop and validate the revised Maladaptive Thoughts Scale for adolescents(R-MTS-A). In study 1, 535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around Seoul area were analyzed to develop a revised version, 44 items with nine factors were extracted. These factor structures were the same as the old version and the internal consistency coefficients of sub-factors were more improved than the old version. The results of higher-order factor analysis revealed 2 higher-order factors: externalizing problem specific maladaptive thoughts(self-centeredness, low anger threshold, minimizing problem behaviors, other-blame, perfectionism and approval seeking) and internalizing problem specific maladaptive thoughts(self-blame, self-deprecation, maximizing negative experiences). In study 2, 1233 students selected by systematic sampling were participated. The results of confirmatory factor analyses supported nine distinct factors, and the R-MTS-A were positively correlated with K-CATS, R-GABS, and the Schema Questionnaire, thereby demonstrating the convergent validity. The R-MTS-A were found to discriminate between internalizing and externalizing problem groups in community level, and further discriminate between community and clinical externalizing problem groups, thereby demonstrating the appropriate discriminant validity.

      • KCI등재후보

        청소년의 내면화-외현화 문제에 따른 인지적 특성

        이정윤,김유경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2006 청소년상담연구 Vol.14 No.1

        본 연구는 청소년의 내면화-외현화 문제행동에 따라 인지적 특성이 어떻게 달라지는지를 살펴보고, 비합리적 신념과 자동적 사고의 하위요인이 청소년의 내면화-외현화 문제에 영향을 미치는 상대적인 설명력을 검토해보 고자 하였다. 연구대상은 465명(남 267, 여 198)의 중학생이었고, 문제행동 척도(장덕희, 2001), 한국판 자동적 사고 척도(K-CATS, 문경주 등, 2002), 한국판 비합리적 신념척도(최정훈, 이정윤, 1994)를 실시하였다. 연구결 과는 다음과 같다. 상관관계분석 결과, 비합리적 신념 가운데 파국화와 과잉불안염려, 자동적 사고 가운데 사회 불안인지와 우울인지는 내면화문제와 관련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적대적 인지는 외현화문제와 관련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집단간 평균값 차이검증 결과, 개인적 완벽성, 파국화, 과잉불안염려는 내면화 문제집단에 서, 의존성은 외현화 문제집단에서 유의미하게 점수가 높았다. 우울인지와 사회불안인지는 내면화 문제집단에서 유의미하게 높았으며, 적대적인지는 외현화집단에서 높은 경향을 나타내었다. 회귀분석 결과, 과잉불안염려, 파 국화, 문제회피는 내면화문제를, 개인적 완벽성은 외현화문제를 잘 예측해주는 요인이며, 무력감은 내면화-외현 화문제를 모두 예측해주는 공통요인으로 나타났다. 또한 사회불안인지는 주로 내면화문제를, 신체적 위협인지와 적대적 인지는 외현화문제를 예측해주는 요인이며, 우울인지는 내면화-외현화문제를 모두 예측해 주는 공통요 인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전반적으로 볼 때 외현화집단보다 내면화집단에서 부정적인 인지적 특성들을 보다 많 이 지니고 있으며, 내면화-외현화 문제를 설명하는데는 공통적인 요인과 특수한 요인이 각각 존재하는 것으로 보인다. This study investigated cognitive specificity according to internalizing-externalizing problems and relative predictability of irrational beliefs and automatic thoughts on internalizing-externalizing problems in community adolescents. The PBC(Jang, 2001), K-CATS(Moon et al. 2002), and K-IBT(Choi et al. 1994) were administered to 465(boys 267, girls 198) middle school students. The results were as follows; Correlation analysis showed that catastrophizing and anxious-overconcern in irrational beliefs and social anxiety and depression cognitions in automatic thoughts were more highly correlated with internalizing problems. Hostile cognition was more highly correlated with externalizing problems. T-tests showed that internalizing group showed significantly higher score than externalizing group on personal perfection, catastrophizing and anxious-overconcern in irrational beliefs and depression and social anxiety cognitions in automatic thoughts. Externalizing group showed significantly higher score than internalizing group on dependency. And externalizing group showed higher tendency than internalizing group on hostile cognition. Regression analysis showed that internalizing problems were predicted mainly by anxious-overconcern, catastrophizing, and problem avoidance, while externalizing problems were predicted mainly by personal perfection. And helplessness predicted both internalizing and externalizing problems. Internalizing problems were predicted mainly by social anxiety cognition, while externalizing problems were predicted mainly by physical threat and hostile cognitions. And depression cognition predicted both internalizing and externalizing problems. Thus, internalizing problems were associated with negative cognitions more than externalizing problems and there were common and specific factors explaining internalizing-externalizing problems.

      • KCI등재

        한국형 학습동기조절전략 척도 개발 및 타당화 연구

        이정윤,김누리,정혜연 한국상담학회 2017 상담학연구 Vol.18 No.5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develop Korean Learning Motivational Regulation Strategies Inventory(KLMRSI) based on Korean students’ learning motivational regulation strategies which were revealed through concept mapping method (Lee et al., 2016) and to verify its reliability and validity. In study 1, preliminary scale was administered to 320 university students around Seoul area and 38 items with 8 factors were extracted. 8 factors were pursuing mastery goal/personal meaning, repaying parent’s or teacher’s expectations, seeking social recognition/external rewards, peer comparison and competition pursuit, having duty about studying, self-compensation, time and environmental control, self-suggestion through external stimulus, and these factors were explained about 50.8% of total variance. Study 2 examined the reliability and validity of the final developed scale for 267 high school and 316 university students in Seoul. The internal consistency and item-total score correlation coefficient of KLMRSI were satisfactory. And the developed scale was found to be significant in correlation with similar measures that were developed and used, and was confirmed that it had an appropriate level of construct validity. As a result of observing the criterion-related validity, it was found that the higher the grade of the students, the longer the self-directed learning time and the higher level of the grit, they use the regulation strategy of learning motivation more often. In order to confirm the cross validity of the newly developed scale, confirmatory factor analysis was conducted on new groups including high school students and the results showed acceptable level of goodness of fit. Finally, the implications and limitations of this study were discussed. 본 연구에서는 앞서 개념도 연구방법을 통해 드러난 우리나라 학생들의 학습동기조절전략들(이정윤 등, 2016)을 토대로 한국형 학습동기조절전략 척도를 개발하여, 척도의 신뢰도와 타당도를 살펴보고자 하였다. 연구 1에서는 서울지역 대학생 320명을 대상으로 예비척도를 만들어 탐색적 요인분석을 실시하여, 총 8요인 38문항의 척도를 개발하였다. 8개 요인은 ‘숙달 및 의미추구’, ‘부모(교사)기대에 대한 보답’, ‘사회적 인정/외적보상추구’, ‘또래비교 및 경쟁추구’, ‘공부에 대한 의무/당위’, ‘자기보상’, ‘시간 및 환경통제’, ‘외부자극을 통한 자기암시’ 로서, 전체 변량의 50.8%를 설명하였다. 연구 2에서는 서울 지역의 고등학생 267명과 대학생 316명을 대상으로 최종적으로 개발된 척도의 신뢰도와 타당도를 살펴보았는데, 한국형 학습동기조절전략 척도의 내적 일치도와 문항-총점간 상관계수는 양호하였고, 기존에 개발되어 사용되던 유사한 척도들과의 상관관계도 유의한 것으로 나타나 적절한 수준의 구인타당도를 지닌 것으로 확인되었다. 또한 준거관련타당도를 확인한 결과, 학생들의 성적이 높을수록, 자기주도학습시간이 길수록, 투지성향이 높을수록 학습동기조절전략을 많이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새로 개발된 척도의 교차타당도를 확인하기 위해 고등학생을 포함한 새로운 집단을 대상으로 확인적 요인분석을 실시한 결과 수용할만한 수준의 적합도를 나타내었다. 마지막으로 본 연구의 의의와 제한점에 대해 논의하였다.

      • KCI등재

        태안군 신두 해안사구의 식생변화 모니터링 연구

        이정윤,정준희,김하송 한국도서(섬)학회 2020 韓國島嶼硏究 Vol.32 No.3

        This study conducted a vegetation survey from August 2012 to October 2016, focusing on the vegetation of the sand dunes located in the Sindu dunes. The vegetation of the Sindu dunes was divided into dune plant communities, xerophyte communities, harvest plant communities, and woody plant communities. The dune plant community is the Elymus mollis community, Vitex rotundifolia community, Ischaemum antephoroides community, Carex kobomugi community, Carex pumila community, and Rosa rugosa community. The xerophyte communities were divided into the Conyza canadensis community, Solanum carolinense community, and Artemisia capillaris community. Woody plant communities were divided into the Robinia pseudoacacia community and Pinus thunbergii community. The dune plant community changed to 9 plant communities (2012 year), 14 plant communities (2013 year), 19 plant communities (2014 year), 26 plant communities (2015 year) and 21 plant communities (2016 year). The xerophyte community changed to 4 plant communities (2012 year), 13 plant communities (2013 year), 19 plant communities (2014 year), 23 plant communities (2015 year), and 16 plant communities (2016 year). 본 연구는 2012년 8월부터 2016년 10월까지 태안군 신두 사구에 위치한 사구식생을 중심으로 현지답사를 통하여 식생조사를 실시하였다. 신두 사구의 식생은 다음 영상을 바탕으로 사구식물군락, 건생식물군락, 추수식물군락, 목본식물군락으로 구분하였다. 사구식물군락은 갯그령군락, 순비기나무군락, 갯쇠보리군락, 통보리사초군락, 좀보리사초군락, 해당화군락 등, 건생식물군락은 망초군락, 도깨비가지군락, 사철쑥군락 등, 추수식물군락은 갈대군락, 목본식물군락은 아까시나무군락, 곰솔군락 등으로 구분되었다. 신두 사구의 사구식물군락 변화는 2012년 식생제거 직후 9개 식물군락에서 14개 식물군락(2013년), 19개 식물군락(2014년), 26개 식물군락(2015년), 21개 식물군락(2016년)으로 변화되었고, 건생식물군락은 4개 식물군락(2012년), 13개 식물군락(2013년), 19개 식물군락(2014년), 23개 식물군락(2015년), 16개 식물군락(2016년)으로 변화하였으며, 사구 모래톱의 아까시나무 제거로 인해 좀보리사초, 통보리사초, 갯쇠보리, 갯메꽃, 수송나물 등 사구식물이 유입되어 점차적으로 사구식생이 정차하였기 때문으로 판단된다. 건생식물군락은 2012년 식생제거 직후 4개 식물군락에서 13개 식물군락(2013년), 19개 식물군락(2014년), 23개 식물군락(20105년), 16개 식물군락(2016년)으로 변화하였다. 건생식물의 분포율을 보면, 2012년 식생제거 직후 급속하게 감소하였고 2014년에 일시적으로 증가하였으나 이후 감소하는 경향을 보였다. 이는 모래톱 외래식물의 식생제거로 인하여 일부 종자산포가 이루어져서 확산되었을 것으로 판단되며, 시간경과에 따른 건생식물이 자연적인 천이 단계를 거치면서 사구식물군락으로 변화된 결과로 보인다. 신두 사구에서 선구종인 갯그령은 7.44%에서 8.69%의 분포비율을 보이며, 계절적인 차이는 있으나 자연 천이과정에서 가장 안정적인 군락을 유지하였고, 모니터링 결과를 토대로 비사구성 식생 제거활동 및 기타 보존 활동이 신두사구의 지형과 생태계에 미치는 긍적적인 효과와 부정적인 영향을 면밀히 분석할 경우, 우리나라 사구지역의 합리적인 보존 및 관리 방안을 수립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

      • KCI등재

        패키지디자인의 트렌드 경향에 관한 연구 - 화장품 패키지디자인을 중심으로 -

        이정윤 한국일러스아트학회 2015 조형미디어학 Vol.18 No.2

        The core competences that a firm can possess in the cosmetics industry are quality and design. The cosmetics business, which pays close attention to the sensibilities of consumers, particularly needs to reflect the needs of consumers and current trends in packaging design. There have been continued vagaries in market trends as consumption patterns reflect a shift to more moderate consumption, with the constant growth of low- and mid-priced brand shop products. To examine trends in packaging design with regard to low- and mid-priced cosmetics or single-brand shop cosmetics, this study selected 5 domestic cosmetic brands - Nature Republic, The Face Shop, Skinfood, Etude, and Too Cool for School, and 4 global cosmetic brands - Benefit, The Balm, Paul & Joe, and Anna Sui for analysis. To analyze cosmetic packaging design, this study analyzed 5 visual elements including brand symbols and logo types, colors, pictures or illustrations, characters and patterns, layout and container shapes that are suitable for determining the most distinctive characteristics of design based on 26 design elements of cosmetic packaging design, by classifying them into domestic and global brands. The following is a summary of the comparative analysis on the distinctive characteristics discerned from cases of cosmetic packaging design for domestic and global brands as well as design trends. The most common characteristics that were discerned among domestic cosmetic brands were mostly cute illustrations and container shapes using the kidult sentiment, whereas among global brands the trend was more towards a revival of artistic patterns of the past, using emotional designs combined with art. Another characteristic that features in cosmetic packages is collaborative works. In addition, the designs were also influenced by trends in eco design and LOHAS design, which originate from the idea that the source of individual health and happiness resides in nature, thus designs based on naturalistic concepts, sustainable and organic ingredients, and eco-friendly materials were common. Moreover, multi-tasking packaging materials that are convenient to use and reasonably priced were used as practical and experimental packaging design. Consumers tend to reveal their identity by selecting products that fit in with the values they pursue, and lifestyle and individual demands are ways that individualism and self-expression can be conveyed. 화장품산업에서의 기업이 보유할 수 있는 핵심 경쟁력은 품질과 디자인이라고 할 수 있다. 특히 소비자의 감성을 중시하는 화장품업계에서는 패키지디자인에 소비자의 니즈와 시대의 트렌드를 반영하지 않을 수 없다. 현재 시장의 흐름으로는 합리적인 소비를 추구하는 소비패턴의 변화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중저가 브랜드샵 제품들의 성장이 계속 이어지고 있다. 본 연구에서는 중저가 화장품 또는 원 브랜드샵 화장품 브랜드들의 패키지디자인 트렌드경향의 연구를 위해 네이쳐리퍼블릭, 더페이스샵, 스킨푸드, 에뛰드, 투쿨포스쿨 등의 5개의 국내화장품브랜드와 베네피트, 더밤, 폴앤조, 그리고 안나수이 등 4개 해외화장품 브랜드를 선정하였다. 화장품패키지디자인의 분석방법으로는 화장품패키지디자인의 26가지 시각적 요소를 토대로 디자인에서 가장 두드러지는 특징을 파악하기에 부합되는 브랜드심볼과 로고타입, 컬러, 사진 또는 일러스트레이션, 캐릭터와 문양, 레이아웃, 그리고 용기형태 등 5가지 시각적 요소를 국내와 해외브랜드별로 분류하여 분석하였다. 국내·외 브랜드들의 화장품패키지디자인의 사례를 통해 얻어진 두드러진 특징을 비교분석하고 디자인트렌드 경향 또는 동향을 정리해보면 다음과 같다. 국내화장품브랜드에 나타난 공통된 특징으로는 키덜트 감성을 활용한 귀여운 일러스트와 용기형태가 주를 이루고, 해외브랜드 화장품에서는 디자인에 예술을 접목한 감성적인 디자인으로 과거의 예술양식이 부활하는 트렌드 경향을 볼 수 있다. 화장품패키지에 나타난 또 다른 특징으로 콜라보레이션 작업을 들 수 있다. 그 밖에도 개인의 건강과 행복의 근원이 자연에 있다는 인식으로 시작된 Eco Design과 Lohas Design의 경향의 영향으로 자연주의 컨셉의 디자인과 지속가능한 유기농 천연원료와 친환경 소재의 활용의 특징을 보인다. 그리고 실용적이고 실험적인 패키지디자인으로 사용의 용이성과 적절한 가격으로 다양한 기능을 갖춘 다기능 포장재(Mulyi-tasking Packaging)의 사용과 소비자들의 개인주의 및 표현으로 자신이 원하는 가치, 생활양식, 개별적 요구 등에 부합하는 제품으로 자신의 정체성을 드러내는 경향을 보인다.

      • 태백산국립공원의 삼림식생구조

        이정윤,조영준,장면,김경순 국립공원연구원 2018 국립공원연구지 Vol.9 No.1

        본 연구는 태백산국립공원 일대의 삼림식생을 상관대분류 및 식생유형별 주요 특성과 현황을 포함하고 있 다. 태백산국립공원의 삼림식생은 입지의 지형적 특성에 따라 산지낙엽활엽수림, 산지침엽수림, 산지습성림, 아고산 침엽수림, 산지초원식생, 암벽식생, 식재림 등 40개 군락, 그리고 기타식생 6개 군락 등 총 46개 군락으로 조사되 었다. 상관대분류에 의하여 구분된 각각의 산지삼림식생은 산지낙엽활엽수림 17개 군락, 산지침엽수림 3개 군락, 산 지습성림 10개 군락, 아고산침엽수림 4개 군락, 식재림 6개 군락, 기타식생 6개 군락이 조사되었다. 주요 군락의 분포비율은 산지낙엽활엽수림의 신갈나무군락 54.62%, 식재림의 일본잎갈나무군락 15.41%, 산지습성림의 층층나무- 들메나무군락 4.28% 등 순으로 분포하고 있다. Forest vegetation in Taebaeksan National Park is classified into mountain forest vegetation. Mountain forest vegetation is subdivided into deciduous forest, coniferous forest, mountain valley forest, subalpine coniferous forest, afforestation forest and other vegetation. Including 40 communities of mountain forest vegetation and 6 communities of other vegetation, the total of 46 communities were researched; mountain forest vegetation classified by physiognomy classification are 17 communities deciduous forest, 3 communities of coniferous forests, 10 communities of mountain valley forest, 4 communities of subalpine coniferous forest, 6 afforestation and 6 other vegetation. As for the distribution rate for surveyed main communities, Quercus mongolica communities account for 54.62 percent of deciduous forest, Larix kaempferi communities 15.41 percent of afforestation forest, Cornus controversa-Fraxinus mandshurica community takes up 4.28 percent of mountain forest.

      • KCI등재

        청소년의 학업스트레스와 자살생각의 관계: 부모 및 또래와의 관계와 인지왜곡의 매개효과

        이정윤,이지현 한국상담학회 2009 상담학연구 Vol.10 No.2

        This study was to examine the relationships between academic stress and suicidal ideation and whether this relationship was mediated by relationships with parents or peer and cognitive errors. The Academic Stress Scale, the Scale for Suicidal Ideation, the Inventory of Parents and Peer Attachment and the Maladaptive Thoughts Scale were administered to 582 Korean adolescents. The results showed that adolescent's academic stress was significantly correlated with all variables except peer relationship, negatively correlated with relationship with parents and positively correlated with cognitive errors and suicidal ideation. The relationship with parents and cognitive errors partially mediated the relationship between academic stress and suicidal ideation. In addition, both internalizing and externalizing cognitive errors partially mediated the relationship between academic stress and suicidal ideation. Specifically, the path from academic stress to suicidal ideation could be more influenced by internalizing cognitive errors(17.2%) than externalizing cognitive errors(2.3%). The implications and limitations of these findings were discussed. 본 연구는 청소년의 학업스트레스와 자살생각의 관계에서 부모 및 또래와의 관계와 인지왜곡의 매개효과를 가정하고 이를 검증해 보고자 하였다. 연구대상은 서울과 수도권에 위치한 중, 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청소년 582명이었으며, 학업스트레스척도, 자살생각척도, 부모 및 또래애착척도, 부적응적 사고척도를 사용하여 설문을 실시하였다. 연구 결과, 첫째, 청소년의 학업스트레스는 자살생각 및 인지왜곡과 유의미한 정적상관이 있었고, 부모 및 또래와의 관계와는 유의미한 부적상관이 있었다. 둘째, 청소년의 학업스트레스와 자살생각의 관계에서, 부모와의 관계와 인지왜곡이 자살생각을 부분매개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셋째, 인지왜곡을 내면화-외현화문제관련 인지왜곡으로 구분하여 매개효과를 검증한 결과, 이들 모두 청소년의 학업스트레스와 자살생각의 관계를 부분매개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내면화문제관련 인지왜곡은 외현화문제관련 인지왜곡보다 자살생각을 설명하는데 있어서 7배 이상 설명력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의 의의와 한계에 대하여 논의하였다.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