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이중섭 회화의 그림치료 이후(1955~1956) 표현 경향

        이은주(Lee Eun-ju) 명지대학교 문화유산연구소 2016 미술사와 문화유산 Vol.5 No.-

        이중섭 회화의 그림치료 이후 (1955~1956) 표현 경향은 내면에 집중한 작은 그림들이었다. 이중섭은 1955년 7월부터 1956년 9월 6일 사망한 날까지 병원을 다섯 차례 옮겨 다녔다. 병명은 거식, 영양실조, 정신분열, 간염, 황달 등이었고, 1955년 9월 성베드로 병원에서는 급성 정신분열로 그림치료를 받기도 하였다. 이중섭은 그림치료 덕분에 분열된 정신세계를 다시 통합시켜 12월 퇴원하게 되었다. 그러나 완전히 건강해져 있지 않은 상태였으므로 이중섭이 퇴원이후 부터 1956년 죽기 전까지 남긴 작품들에 특히 주목할 만하다. 이 시기 작품들은 대부분 20센티 내외를 넘지 않는 작은 그림으로 자신이 전달 하고자 하는 것을 집약적으로 표현하는 요소를 갖추고 있다. 이러한 양상은 쇠약해진 정신건강으로 인해 축소된 에너지만을 발산 할 수 있었기 때문이라 생각된다. 이중섭의 삽화는 1955년 12월 성베드로병원 퇴원 후부터 월남문인들과 지인들의 도움으로 『문학예술』·『자유문학』·『현대문학』 등 세 개의 문학지에 삽화와 권두화로 실렸고, 작지만 집약적인 묘사는 이중섭의 디자인적인 새로운 유형으로 그가 뛰어난 예술가임을 다시한번 증명해주는 계기가 되었다. 그 세부적인 내용은 『문학예술』2, 3월호에 수록되었다. 2월호 삽화는 아이·꽃·동물·물고기·게·닭 등의 단순하지만 명료한 이미지들을 작은 화면에 배치하였다. 3월호에 실린 삽화는 소재의 반복과 변형으로 2월호 보다 화면을 꽉 차게 하였고, 구체적이며 활동적으로 그렸다. 이처럼 삽화와 권두화는 작은 지면에서 이끌어낸 단순하지만 동화적인 표현의 디자인적인 도안으로 자신의 제한적인 역량에서 보여줄 수 있는 새로운 장르를 출현시켰던 이중섭의 작품들이라 할 수 있겠다. 반면에 채색화는 보다 밀도 있는 색, 소재, 재료들의 구성과 심리가 두드러지게 표현되는 경향으로 제한적인 색과 재료를 사용하였다. 이 시기 작품들은 형태를 검정으로 배경을 흰색으로 칠하는 대조적인 색이 나타난다. 작품 ‘정릉나무와 새' 3점과 같은 제목의 5점이나 되는 ‘돌아오지 않는 강'의 그 상징적 의미는 색으로서 이중섭의 무의식에 대한 죽음의 본능을 대변하였다. 검정과 흰색을 대조적으로 사용하고 공백을 많이 두어 현재 소진된 에너지와 정신상태를 전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이처럼 이중섭은 건강이 악화될수록 내면에 집중하였다. 감정을 색으로 드러내고 정서적 의식의 상태를 소재와 구도로 대변하였다. 그는 다양한 기질, 육체적 특이성, 그리고 삶이 이뤄지는 상황들을 자기만의 방식으로 표현하였다. 분석심리학은 예술을 이해하는 방향에서 접근한다. 이것을 바탕으로 이중섭의 작품을 분석한 결과 예술가의 창조과정에 대한 상징의 의미와 예술작품의 심리적 구조에 대하여 보다 세밀히 이해 할 수 있었다. After having a pictorial therapy (1955 - 1956), Lee Jung-seob"s paintings were characterized with small pictures that focus on inner world of a mind. Lee Jung-sup were hospitalized in 5 different hospitals until he died on September 6th, 1956 from July, 1955. He was diagnosed of anorexia, malnutrition, schizophrenia, hepatitis, and jaundice. In September, 1955. he showed symptoms of acute schizophrenia in St. Peter"s Hospital and was treated with a pictorial therapy. Thanks to the pictorial therapy, Lee Jung-seob"s could recover from spilt mind and left hospital in December. However, he was not perfectly healthy. It is worth paying attention to his works from the discharge to his death in 1956. Most of the works he drew during that period were small in size, less than 20 centimeters, and he condensed his motives and intentions of drawing in the small canvas. It seems that this expressional dimension resulted from his weakened health from which he could emit only condensed energy. Besides, he used limited colors and materials for works. From the discharge from St. Peter"s Hospital in December, 1955, Lee Jungseob artworks were published as illustration and opening painting in three literary magazines "Literary Art", "Liberal Literature" and "Modern Literature" by help of defected writers to South Korea and acquaintances. Although they were small and intensive expressions, Lee Jung-seob"s new type of pictorial designs demonstrated again that he was a great artist. Looking into the details of his works, his illustrations were published in "Literary Art" (Feb, and Mar. issue). In February issue, the illustration depicted simple but clear images of a child, flowers, fish, crabs, and chickens in a small canvas. In March issue, his illustration was characterized with the repetition and variation of the theme, which were more specific and active than those in February issue. Like these, his illustration works and opening pictures used simple and fairy tale-like designs in small canvas and it created a new genre that he could do with his limited capability. In the meantime, his colored pictures showed a trend of using denser colors, themes, and materials in composition and pictorial emotion. He used limited colors and materials in coloring. During this period, his colored works were characterized with color contrast that figures were drawn in black and background in white. In 3 pieces of "Jeongneung Tree and Birds" and 5 pieces of the same title "A River that Never Returns", the artist used contrasting color of black and white and left much blank for his death unconsciously, which let us know his exhausted energy and mental state. The worse his health got, the more Lee Jung-seob focussed on his inner world. He expressed his emotions with colors and represented his emotions and consciousness with theme and composition. That is, he expressed in his own artistic method his diverse disposition, physical characteristics, and the situations of his life. Analytic psychology approaches art in a way to understand it. Based on it, this study analyzed Lee Jung-seob"s works and could understand the meaning of symbolism and psychological structure in artwork in a creative process of an artists.

      • SCOPUSKCI등재

        구연 : 상부위장관 ; Helicobacter pylori 박멸치료에서 1주요법과 2주요법의 제균율 비교

        이은주 ( Lee Eun Ju ), 이지은 ( Lee Ji Eun ), 최재원 ( Choe Jae Won ), 김국현 ( Kim Gug Hyeon ), 오희주 ( O Hui Ju ), 오현아 ( O Hyeon A ), 이형철 ( Lee Hyeong Cheol ), 김준환 ( Kim Jun Hwan ), 김태년 ( Kim Tae Nyeon ), 정문관 ( Jeong Mun ) 대한소화기학회 2003 대한소화기학회지 Vol.41 No.-

        <목적> Helicobacter pylori (H. pylori)는 소화성 궤양의 가장 중요한 원인인자 중 하나로, H. pylori 박멸치료는 소화성 궤양의 치료 및 재발 방지에 매우 중요하다. H. pylori 박멸치료에 있어서 proton pump inhibitor (PPI)를 포함한 삼제요법이 가장 흔히 쓰이는 제균요법이지만 그 치료 기간에 관해서는 아직 통일된 지침이 없는 실정이다. 저자들은 H. pylori 양성인 소화성 궤양 환자를 대상으로

      • 성베드로 병원에서 실시한 이중섭의 치료과정

        이은주(Lee, Eun-Ju) 인물미술사학회 2016 인물미술사학 Vol.- No.12

        이 논문은 이중섭(1916~1956)이 정신과 치료를 목적으로 그린 20점의 그림치료에 관한 연구이다. 이중섭은 일제강점기와 전쟁의 혼란한 사회 속에서 아들의 죽음, 가족의 이별, 개인전 실패 등 많은 정신적 고통을 겪었다. 그의 정신적 고통은 정신병으로 발병하여 정신병원에 입원하게 되었다. 1955년 9월말~ 12월 성 베드로병원에 입원하게 된 이중섭은 유석진 원장에게 그림치료를 받게 되었다. 그림치료는‘예술적인 작업을 통하여 정서적 갈등과 심리적인 증상을 원만하고 창조적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돕는 치료법'이라고 할 수 있다. 이중섭에게 그림치료는 단절된 마음을 하나로 잇기 위한 것으로써 자신의 내적 현실에 접근하고 자신의 존재에 대한 의식을 파악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였고, 일종의 치유의식이었다. 자신의 감정을 상징적으로 드러내는 유일한 기회였던 것이다. 정신과 환자의 자유화를 보면 정신적 갈등, 정신적해리는 무질서의 표현이 진행된 뒤 새로운 질서의 상징과 평화와 사랑, 예를 들어 태양같은 따듯한 빛의 상장들을 나타냄을 볼 수 있다. 보호받지 못한 무의식의 범람은 창조의 샘에서 나오는 것들로부터 자신의 주목을 끄는 중요한 현상들에 집중하게 한다. 이중섭 역시 그 과정을 거쳤다. 그의 그림을 보면 알 수 있듯이 〈문자도〉에서 무질서 했던 글자들은 〈평화상〉에서는 마음의 평화를 희구하는 강렬한 횟불로 변하였다. 〈평화상〉은 좌우 대칭의 여인이 하나의 촛불을 밝히는, 즉 분열된 정신을 합치려는 시도였다. 자아가 붕괴되는 정신분열 속에서 그림치료는 매우 효과적이었다. 그것은 본래 하 나이던 의식과 무의식의 정신세계가 분리되었다 다시 만나 화합하는 과정의 갈등을 상징적으로 표현한 것으로 성 베드로 병원 그림치료는 예술가로서 서서히 자신에게로 돌아와 자신의 중요성을 재발견하고 이를 강화시켜 외적현실에 도달할 수 있도록 위 치를 재확인하는 길을 열어 주었던 것이다. This paper is about 20 art therapy pieces of Lee Jung-Seob(1916~1956) created for his schizophrenic treatment. After undergoing Japanese colonial period and the social chaos of the Korean war, his mental pain reached its peak with a series of incidents such as his son's death, parting from his family, and the failure of his private exhibition. The mental pain he suffered resulted in schizophrenic disorder and he ended up in a mental hospital. From the end of September to December, 1955, Yoo Seok-Jin, the director of St. Peter's Hospital conducted art therapy on Lee Jung-Seob. The purpose of art therapy is to aid patients to reduce the emotional conflict and psychological symptoms and to secure a harmonious and creative life through artistic works. For Lee Jung-Seob, painting was a tool of connecting separated minds of his as one. It opened up opportunities for him to access his internal reality and identify the consciousness on the existence of himself. It was a ritual for healing and a sole opportunity of letting him express his emotion in a symbolic way In the liberation of a schizophrenic patient, the emotional conflict and disassociation undergo a phase of chaotic disorder and transform into the symbols of new order and love for peace, for instance symbols of warm light such as sun. The overflow of unprotected sub-consciousness brings attention to those important phenomenons amongst all things coming out of the fountain of creativity. Lee Jung-Seob also went through such process. The chaotic texts in 〈Text drawing〉 has changed to a flaming torch that seeks for peace of mind in his 〈Peace figure〉 in which an attempt at uniting the separated minds is represented by a woman of bilateral symmetry lighting up a candle. In the midst of his self being collapsed, the art therapy had an effect on him. It symbolizes the conflict in the process of reuniting consciousness and sub-consciousness back together and the art therapy conducted by St. Peter's Hospital paved the way of gradually returning to himself as an artist, rediscovering the importance of himself and reinforcing it to the point of reaching out to the external reality.

      • KCI등재

        청소년기 일탈적 자아개념의 예측 요인과 성별 차이: 잠재 상태-특성 자기회귀 모델 (latent state-trait autoregressive model)의 적용

        이은주 ( Eun Ju Lee ), 정익중 ( Ick Joong Chung ) 한국사회복지연구회 2012 사회복지연구 Vol.43 No.1

        비행경험이 많을수록 자신을 비행청소년으로 인식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청소년들의 일탈적 자아개념의 변량 중 비행경험으로 인해 설명되는 변량은 비교적 작은 수준에 불과하다. 본 연구의 목적은 비행경험을 통제한 후에도, 또는 비행경험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자신을 문제아 또는 비행청소년으로 인식하게 만드는 요인이 무엇인지 규명하는데 있었다. 특히 비행경험 이외에 청소년기 중요한 발달과업(성취와 관계)에서의 실패가 일탈적 자아개념과 어떠한 관계에 있는지, 더 나아가 이러한 관계에 내재한 성별 차이를 규명하는데 목적을 두었다. 한국청소년패널조사의 중2에서 고3까지 5년 종단자료에 대해 잠재 상태-특성 자기회귀 모델(latent state-trait autoregressive model)을 적용하여 일탈적 자아개념에 내포된 변동적 상태요인을 통제한 후 청소년기에 걸쳐 안정적인 특성적 일탈자아를 설명하는 예측요인이 무엇인지 알아보았다. 연구결과, 비행경험 이외에 학업성취, 친구관계 및 부모관계가 청소년기 일탈적 자아개념의 특성적 요인을 유의미하게 설명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비행경험의 효과에 유의미한 성별 차이가 나타난 바, 남자청소년에 비해 여자청소년이 비행경험으로 인해 자신을 문제아로 인식하였다. 비행경험을 통제한 후에도 학업성취 및 관계에서의 실패와 유능감 부족은 청소년기 일탈적 자아개념의 형성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친구관계에서의 실패는 남자보다 여자에게 더 중요한 예측요인인 반면, 학업성취에서의 실패는 남녀에게 모두 유의미한 일탈적 자아개념의 예측요인으로 나타나 한국사회의 성취지향적 가치체계와 문화가 청소년기 일탈적 자아개념에 반영되고 있음이 검증되었다. The present study was to explore what makes adolescents think of themselves as troublemakers even without conduct problems. It was expected that the failure to attain socio-developmental milestones(e.g., healthy relationships with others, academic achievement) would lead to form trait aspect of deviant self-concept. A latent state-trait autoregressive modeling was used to analyze five annual waves of data from 3,449 adolescents taken from the Korean Youth Panel Study. We decomposed trait and state aspect of deviant self-concept and identified significant predictors of trait-like deviant self-concept, while additionally testing for gender differences. Our results showed that conduct problems had greater effect on deviant self-concept among girls compared with boys. Conduct problem was most predictive of deviant self-concept, and yet both poor peer-relations and school failures predisposed adolescents to have deviant self-concept. Low academic achievement conferred risk for trait aspects of deviant self-concept with no gender difference, whereas poor peer relation was more predictive among girls. It highlights the cultural value system underlying self-concept and how and why adolescents think of themselves as troublemakers.

      • KCI등재

        청소년 비행과 비행친구의 인과관계에 대한 자기회귀 교차지연 모델의 검증

        이은주(Lee Eun-Ju) 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 2009 한국청소년연구 Vol.20 No.1

        본 연구의 목적은 청소년 비행과 비행친구의 인과적 방향성이 어떠한지 알아보는데 있었다. 또한 비행행동과 비행친구의 인과관계가 성별에 따라, 그리고 시간의 흐름에 따라 다른 양상을 보이는지 알아보는데 있었다. 한국청소년패널조사의 중2에서 고2까지 4년 종단자료에 자기회귀 교차지연 모델 (autoregressive cross-lagged modeling)을 적용하였다. 연구결과 비행행동 및 비행친구는 중2에서 고2에 걸쳐 유의미하게 높은 안정성이 있었다. 비행친구와의 교제가 이후의 청소년비행에 영향을 미치기 보다는 비행행동이 이후 비행친구와 어울리는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나 비행친구와 비행행동의 인과관계에 대한 비행친구 선택효과 모델을 지지하였다. 이러한 두 변인 간 종단적 인과관계는 성별 및 시간의 흐름에 따라 유의미한 차이가 없었다. 연구의 의의 및 후속연구에 대한 제언이 논의되었다. This study sought to examine the causal relationship between adolescents' delinquent behaviors and their affiliations with delinquent peers. Autoregressive cross-lagged modeling was performed to test the longitudinal reciprocal relationship between the two constructs. Data was derived from eighth graders who were followed for 4 years from the Korea Youth Panel Study were analyzed. The results indicated that both delinquent behaviors and affiliations with delinquent peers were consistent over time. The results also showed that there was a significant cross-lagged effect of delinquent behaviors on the subsequent delinquent friends, rather than vice versa. No gender differences were found in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two constructs during the period of study. Suggestions for future studies were also discussed.

      • KCI등재

        연구논문 : 해방풍을 이용한 주름개선 기능성화장품 원료 개발

        이은주 ( Eun Ju Lee ), 황완균 ( Wan Kyunn Whang ) 한국미용학회 2011 한국미용학회지 Vol.17 No.1

        Adenosine is internationally less recognized than retinol, but it has high stability and low stimulation. Thus it is frequently used as a cosmeceutical ingredient of cosmetics for the anti-wrinkle in Korea. So we examined 5 herb medicines that contain adenosine and finally selected Glehniae Radix cum Rhizoma in order to examine its value as a raw material for the cosmeceutical of anti-wrinkles. In vitro test, we knowed Glehniae Radix cum Rhizoma`s antioxidative activities and the inhibitory activation of elastase. In vivo clinical test, placebo and existing product had no significant anti-wrinkles in all area but the Glehniae Radix cum Rhizoma cream had no significant anti-wrinkles in forehead and crew`s feet (p<0.05). In conclusion, adenosine extracted from herb medicine is better in the effiency and safety of cosmetics than synthetic one and it will be used in variety of ways in the future as an ingredient of cosmeceutical.

      • 문학에 대한 기대와 르상띠망

        이은주(Lee, Eun-Ju) 관동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 2014 人文學硏究 Vol.19 No.-

        김동리는 문단과 제도교육에서 영향력이 큰 문학인이다. 그런데 연구대상이 되었을 때 연구자들의 불만, 반감 등이 감정적으로 서술되는 경우가 많다. 이 논문에서는, 그 이유를 문학 연구자들이 기대하고 있는 문학(개념)에서 비롯된 르상띠망(ressentiment)으로 보고, 그것의 내용을 구체화했다. 첫 번째는 김동리의 순수문학론이 체계를 갖춘 이론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제도적으로 신화화되었다는 것에 대한 불만이 드러났다. 신화화되면서 한국에서 문학이 역사 · 사회문제를 배제한, 한정된 소재를 다루는 영역으로 굳어졌기 때문이다. 두 번째는 김동리가 지배담론(친일, 반공이데올로기)에 동조하거나 내면화하는 방식으로 문학론이나 작품을 구성해 나갔음을 강조하고 있다. 이것은 청산되지 못 한 역사의 일부를 단죄하는 성격을 지닌다. 마지막으로 보수우익의 정치지향을 보인 김동리를 전략가, 문단정치가, 매체 장악력이 뛰어난 사람 등으로 평가하여, 지식인이자 예술가라기보다 정치적 인간에 가까웠다는 것을 드러내고 있었다. 이를 통해 문학연구자들은, 근대문학의 종언이 이야기되는 이 시대에도 여전히, 문학(가)이 현실에 문제제기를 하고, 진리와 정의를 옹호하는 것으로 역사를 이끌며, 국가(권력)와 거리를 유지함으로써 편파적이지 않은 영역이 되기를 기대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Dong-ri Kim is a prominent figure in the Korean Literary circle as well as in the Korean literature education. It is interesting, however, to find that when he becomes a subject of study, scholars express their discomfort and animosity towards Kim. This research explains that such hostility stems from the ressentiment which is the result of the disparity between what the scholars ask of literature and Kim"s failure to fulfill their expectations. Firstly, scholars express their discontent concerning Dong-ri Kim"s Pure Literary Theory (Soonsoomunhakron: 순수문학론) arguing that it was institutionally mythicized although it was not a systematically established theory. Its mythicization process involved Korean literature to become a field in which limited materials, excluding historical or social issues, are dealt with. Secondly, critics emphasize how Kim"s work and theory internalizes and aligns itself with the dominant discourse(pro-Japanese, anti-communist ideology). By drawing our attention to this fact, the scholars wish to partially redress an unsettled historical injustice. Lastly, judging the right wing conservative Kim as a strategist, literary politician, and a powerful media controller, critics portray him more as a political person than as an artist or an intellectual. Thus, this research discovers that the literary scholars still expect literature/writers to take on a critical role and pose questions, lead the historical progress by advocating verity and justice, and uphold an unbiased stance by maintaining a proper distance from the state (power) even to this day.

      • KCI등재

        Q방법론을 활용한 여자 간호대학생의 분노표현 양상 탐색

        이은주(Eun-Ju LEE), 박은아(Euna PARK) 한국수산해양교육학회 2015 水産海洋敎育硏究 Vol.27 No.3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dentify subjective perception types on anger expression among female nursing students and to investigate characteristics according to the subjective perception types. In order to achieve this purpose, the study used Q-methodology. There were 30 study participants and they completed the Q-sort activity, rating each statement relative to the others using 32 Q statements. The data were analyzed using the QUANL PC program. There were three types of forms extracted from anger expressions among female nursing students; a type on ‘embracive soothing', a type on ‘reasonable expression', and a type on ‘ambivalence over emotional expression'. The commonality of the three types were: talking about their anger emotions with others, asking for help in religion and pushing their opponent. Therefore, Adequate strategies based on anger expression types need to be developed to resolve anger among female nursing students.

      • 모유수유 교육 유무에 따른 수유실태 비교

        이은주(Lee Eun Ju) 계명대학교 간호과학연구소 1999 계명간호과학 Vol.3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confirm the different Infants feeding by breastfeeding education between educated and non-educated group. This study's design is an explanatory survey research. The educated group consisted of fifty-nine new mothers who had received breastfeeding education previously at the College of Nursing. The non educatedl group was made up of eighty-nine mothers who have visited D-hospital' s well-baby clinic. The data were analyzed by the chi-square tests and t-tests using SAS/PC program. The results were as follows 1) There was a significant difference in the breastfeeding pattern between educated and non-educated group (p= 000) 2) There was a significant difference in the decision time of breastfeeding between educated and non-educated group (p= .000) 3) There was a significant difference in the most important person who made a decision breastfeeding pattern between educated and non-educated group (p=000). 4) There was no significant difference in the family's help to breastfeeding between educated and non-educated group. 5) There was a significant difference in the ability of breastfeeding between educated and non-educated group(p= 000) 6) There was a significant difference in the satisfaction of breastfeeding between educated and non-educated group (p= 000). 7) The major reason of the milk-feeding was 'a lack of mi1k' in educated group(42.9%). 'a convenience of milk-feeding' in non-educated group(45.4%). 8) The major reason of the mixed-feeding was a 'lack of milk' (82.3%) in educated group(82.3%) and non-educated group(62.5%) In conclusion infants feeding was dramatically different m educated and non-educated group. The beastfeeding education effected on the feeding patterns and the related factors of feeding. So, the breastfeeding education program is very important in promoting the practice of breastfeeding.

      • KCI등재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