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2축(軸)2타선(舵船)의 조종운동 추정(推定)에 관한 연구

          이승건,김윤수,이승재,Lee, Seung Keon,Kim, Yoon Su,Lee, Seung Jae 대한조선학회 1996 大韓造船學會 論文集 Vol.33 No.4

          1축 1타선에 대한 조종운동 수학모델은 통상적인 경우 이미 확립되어 널리 사용되고 있다. 또한 저속이나 천수역에서의 조종운동계산에도 응용되고, 새로운 국면의 조종운동 해석에도 기존의 조종수학 모델이 근간이 되고 있다. 한편 2축 2타선과 같은 특수선형에 대해서는 Lee 등에 의한 상세한 구속모형시험 결과로 그 특성이 알려지게 되었고, 1축 1타를 기본으로 하는 기존 수학모델에 약간의 수정을 가함으로서 충분이 조종운동을 추정할 수 있음을 보였다. 본 논문에서는 2축 2타선에 대한 Propeller Effective Wake($1-w_p$)와 유효중립타각 (Effective Neutral Rudder Angle) ${\delta}_R$에 대한 추정모델을 제안하고, Hull의 유체력에 관해서도 Inoue의 추정식을 사용하여, 초기설계단계에서 선박의 주요치수, Propeller 및 타 제원만으로서 개략적인 2축 2타선의 조종운동 계산을 가능하도록 하였다. 이 추정법에 의한 조종운동 계산결과를 엄밀한 구속모형 시험 Data에 의한 계산과 비교하여, 본 논문에서 제안된 추정법의 유용성을 검증하였다. Mathematical model of maneuvering motion for a single-screw single-rudder ship established and versatile applications to the special situations of maneuvering are attempted. While, the mathematical model for twin-screw twin-rudder ship is not presented so much, because that type of ship is not popular. Lee et al. have examined the characteristics of such ship by captive model tests in 1988. This paper treats new mathematical models for propeller effective wake ($1-w_p$) and effective neutral rudder angle ${\delta}_R$ in the case of twin-screw twin-rudder ship. And some maneuvering motions are calculated with proposed models and compared with exact simulations.

        • KCI등재

          보수용접에 따른 이종금속 용접부의 잔류응력 해석

          이승건,진태은,강성식,권동일,Lee, Seung-Gun,Jin, Tae-Eun,Kang, Sung-Sik,Kwon, Dong-Il 대한용접접합학회 2009 대한용접·접합학회지 Vol.27 No.4

          Alloy 600 and Alloy 82/182 materials have been used widely in PWR plants. But these materials are known to be susceptible to PWSCC(Primary Water Stress Corrosion Cracking). Recently, there have been several PWSCC events in major components due to repair welding, because repair welding in the dissimilar metal welds during the construction increases residual stress significantly on the inner surface of welds. In this paper, various residual stress analyses for repair welding were performed using FEM to check the effect of repair welding on residual stress distributions in PZR safety/relief nozzle. The results indicate that for inside surface repair welding, high tensile residual stress is developed on the inside surface of the nozzles.

        • KCI등재

          니체미학 속 무용예술

          이승건 한국체육철학회 2010 움직임의철학 : 한국체육철학회지 Vol.18 No.2

          “Thus Spoke Zarathustra”(Also Sprach Zarathustra, 1883~1885), which is considered to be his third ideological period, became the object of dance theorists' attention due to its abstruse aesthetical cognition. In his work, subtitled as“A Book for All and None”, composed with five chapters, and which was narrated with poetical metaphor, symbol, and parody enough to be evaluated as‘philosophical prose poem’, Nietzsche developed a profile of dance aesthetics as‘dancing god’and‘notion of Dionysus’through a character called‘Zarathustra’, founder of Zoroastrianism. Especially, mention of the phrase“I am hostile to the spirit of gravity”in chapter 3 can be seen as the expression of love of destiny (amor fati) as the weight of manly existence, the burden of life and philosophical absurdity, but in relation to art, it can be analyzed as appearance of final victory of spirit about the gravity of the dancer, and dance conquered by laughter of soaring, song, and dance. Therefore, in“Thus Spoke Zarathustra”, Nietzsche seems to appreciate the world of art symbolized by dance. He is so deeply in the world of dance, that the name of the book could have been“Nietzsche Danced Like This!”. That is, Nietzsche expressed Zarathustra as a dancer, true character of Dionysian, Nietzsche himself, and an artist who exceeds a philosopher who is at a superior place above any logos connected to the world of Ubermensch. Therefore, this art Nietzsche speaks of is not a mere art completed with artistic materials. Moreover, the artist in Nietzsche's mind is not a diminutive artist weighed down by philosopher until now, but homo creator, one who forms himself, and creates himself, living in the night of Dionysus which is lighter that the light of Apollo. Now, modern dance is raising a affluent aesthetical ground thanks to Nietzsche's aesthetical speculation of dance in "Thus Spoke Zarathustra". Besides, his anti-traditional, anti-Christian, and anti-moral thoughts of Zarathustra is permeated into modern thought, demonstrates its power as a equipment which analyzes modern art, and contributes to modern art. 『짜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1883~1885)는 무용과 관련해서 심오한 미학적 사색을 담고 있기에, 무용이론가들의 주목을 한 몸에 받고 있는 저서로 알려져 있다. ‘모든 사람을 위한, 그리고 누구를 위한 것도 아닌 책’이라는 부제를 달고 있는 ‘철학적 산문시’라고 평가받을 만큼 시적 은유와 상징 그리고 패러디를 동원해서 서술되고 있는 전체 5부로 구성된 이 책에서, 니체는 조로아스터교를 창시한 ‘짜라투스트라’라는 인물을 통해 ‘춤추는 신’, ‘디오니소스의 개념’으로써 무용미학의 한 단면을 전개시킨다. 특히 ‘영혼에 대한 적(敵)으로서 중력’의 언급은 인생의 짐과 철학적 부조리를 짊어진 인간적 존재감의 무게로서 ‘운명애’를 표현한 것이라고 볼 수 있겠으나, 예술과 관련해서 볼 때, 그것은 비상(飛上)의 웃음과 노래 그리고 춤에 의해서 극복되는 무용과 무용수의 중력에 대한 영혼의 궁극적인 승리의 모습으로 해석될 수 있다. 이렇게 볼 때 현대무용은 니체의 무용에 관한 미학적 사색 덕택으로 풍요로운 미학적 지대를 가꿔가고 있으며, 더구나 그의 반(反, anti)-전통적, 반-기독교적, 반-도덕적인 짜라투스트라식 사상은 현대의 해체론적 사유 속에도 침투되어 현대예술을 해석하는 하나의 장치로 그 힘을 발휘하며 현대미학에 기여하고 있다고 하겠다.

        • KCI등재

          아리스토텔레스 예술 개념과 관련해서 본 그의 신체관

          이승건 한국체육철학회 2010 움직임의철학 : 한국체육철학회지 Vol.18 No.3

          In the opening words of his Rhetoric, after asserting that what he was proposing to do “all would at once admit to be the function of an art", Aristoteles offers a formal definition of rhetoric as “the faculty(dynamis) of discovering the available means of persuasion with reference to any subject whatever. This intermingling of the terms art(technē) and faculty(dynamis), which occurs frequently in the Rhetoric and elsewhere, is paralleled by equally intriguing associations ― art is habit(hexis), as science(epistemē), and even as virtue(aretē). Therefore, this paper will investigate a view of body in Aristoteles considering at his these artistic concept. In this process, I referred to James Richard Mcnally's study, that is, “Characteristics of Art in the Text of Aristotle". An investigation of these associations in the text of Aristotle will, it is hoped, enable us better to understand the Aristotelian concept of art in each of its three meanings: as a source of change, as a type of knowledge, and as a characteristically human quality. Moreover, these artistic meanings to understand a view of body in Aristoteles is helpful to us. In result, I was able to derive from a view of body in Aristoteles as follows: as a body(soma) of dynamis in order to get out at the non-natural body, as a body of pursuing an ideal form through hexis, as a body which is treasure place of epistemē, and as a body of aretē in order to realize the human inner perfect quality. 서양미학사상, 아리스토텔레스는 제 예술을 하나로 묶는 예술론을 펼친 것으로 유명하다. 그의 예술에 관한 이론적 견해는 잘 알려져 있는 『시학』이외에도 『수사학』, 『자연학』, 『형이상학』, 『정치학』, 『니코마코스 윤리학』 등 여러 저작에서 산발적으로 표명되고 있다. 특히 그는 이러한 저작들 속에서 일반적인 고대 그리스식 예술 개념인 ‘테크네’와 함께 ‘뒤나미스’(능력), ‘헥시스’(습관), ‘에피스테메’(지식), ‘아레테’(덕) 등의 특수한 철학적 개념을 예술과 관련지어 사색함으로써, 제작적 활동으로서의 예술을 더욱 풍요로운 인간의 인위적 활동영역으로 격상시켰다. 이러한 아리스토텔레스의 예술 개념과 또 이것과 관련된 철학적 개념들은 신체를 다루는 체육․스포츠 영역에서도 중요한 위치를 차지한다. 왜냐하면 아리스토텔레스에게 있어서 ‘자연’과 대척을 이루는 개념으로서 ‘예술’은 ‘인위적 생산 및 그 능력’을 뜻한다. 그러므로 ‘자연적인 존재로서의 몸’을 인간의 사회적․문화적인 신체활동에 알맞게 육성시키는 데에는 인간의 인위적 활동으로서 ‘제작적 테크네’가 반드시 필요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이 논문은 이와 같은 아리스토텔레스식 예술과 관련된 개념들을 신체의 영역에서 살펴보아 그의 신체에 관한 관념에 접근해 보았다. 그 결과, 아리스토텔레스에 있어서 신체란 그저 주어진 자연적인 상태의 몸이 아니라 다양한 사회적 접촉을 통해서 인간으로 활동하는데 필요한 능력을 갖게 되는 ‘인위적 존재로서의 신체’임을 분명히 했다.

        • [논문]선박의 충돌회피시스템에 관한 연구

          이승건,윤지현 釜山大學校生産技術硏究所 2004 生産技術硏究所論文集 Vol.63 No.-

          많은 선박사고 유형증 하나인 선박의 충돌은 운항자의 조선실수가 그 원인의 큰 비중을 차지한다. 이는 점차 대형화,고속화되는 선박의 충돌회피를 단지 인간의 시각, 지각능력에만 의존하면서 나타나는 현상이라 할 수 있으며 이에 대비 하기위해 나날이 발전하는 첨단기술을 바탕으로 충돌회피에 관한 자동회피제어시스템의 개발의 필요성이 점차 대두되고 있다. 그러한 취지에서 본 연구도 충돌회피를 위한 자동제어에 관하여 연구되었다. 본 연구는 MMG 수학모텔에 기반을 두어,surge-sway-yaw-roll 운동방정식을 사용하였고, 충돌위험도 설정을 위하여 퍼지이론을 사용하였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