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펼치기
        • 등재정보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펼치기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Problems for Foreign Students in the Korean Language Liberal Arts Curriculum, and Suggestions for Improvement: Focusing on the Intensive Korean Language Course (IKC) at Dankook University

        이서현,한정한 한국어학회 2019 한국어학 Vol.85 No.-

        The purpose of this paper is to look at problems in Korean language undergraduate liberal arts curricula, taking Dankook University’s undergraduate program as an example, and to suggest ways to improve foreign students’ Korean language skills, which are needed to take college courses. In looking a the situations at five universities, we first examined the current status of Korean for Academic Purposes courses aimed at foreign students. The typical problems found here are as follows. First, there were few level-based classes taking place in the mixed classes of domestic and foreign students, such as ‘thoughts and expressions’. Second, the level of textbook development for Korean language courses for foreign students was very poor. Third, the degree of continuity in Korean language courses for foreign students was poor, and has in fact decreased. Fourth, the partnership relationship between the instructors in charge of Korean language courses and the International Affairs Office that is in charge of academic and life management for foreign students does not work well. To solve these problems, starting in the second semester of 2019, Dankook University has taken all Korean language classes scattered in the across the school of liberal arts and incorporated them into an Intensive Korean Language Course (IKC). In addition, IKC instructors were issued a double duty to DKU International Affairs Office to establish strong, integrated management for foreign students. This integration of existing classes into one single curriculum (IKC) helped eliminate many of the aforementioned problems.

      • KCI등재

        웰다잉 국가 전략에 대한 일반 국민들의 인식 및 수용도

        이서현,신동은,심진아,윤영호,Lee, Seo Hyun,Shin, Dong Eun,Sim, Jin Ah,Yun, Young Ho 한국호스피스완화의료학회 2013 한국호스피스.완화의료학회지 Vol.16 No.2

        목적: 본 연구는 정부가 호스피스완화의료를 제도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발표한 2002년 이후 10년이 지난 현시점에서 일반 대중들의 웰다잉에 대한 인식과 수용도가 어떤 방향성을 띄는지 알아보고자 하였다. 이를 통해 향후 한국 호스피스 완화의료 정책이 나아갈 길을 제시하는 것을 목표로 하였다. 방법: 2012년 6월 1일부터 6월 11일까지 전국 만 20~69세 성인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Computer-Assisted Telephone Interviewing (CATI)를 이용하여 웰다잉에 대한 인식 및 수용도에 관한 설문을 실시하였다. 조사 항목은 인구학적 특성 전반과 신체적, 정신적, 사회적, 영적 건강상태 등 건강에 대한 인식, 그리고 아름다운 삶의 마무리에 대한 정책적 선호도로 구성하였다. 결과: 아름다운 삶의 마무리를 위한 제1 중요 요소로는 다른 사람에게 부담을 주지 않음이 36.7%로 가장 많았다. 제2 중요 요소로는 가족이나 의미 있는 사람과 함께 있는 것이 19.1%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하였다. 죽음과 관련하여 삶의 아름다운 마무리를 위한 9가지 전략의 선호도를 조사한 결과, 간병 품앗이 활성화에 대해 찬성하는 의견이 88.3%로 가장 많았으며 의료인의 임종환자 관리 교육 실시(83.7%), 장례식장 대신 가족들을 편하게 해주고 의료진이 환자를 돌볼 수 있는 시설을 병원/집에서 가까운 곳에 마련(81.7%)이 그 뒤를 이었다. 삶의 아름다운 마무리를 위한 5개년 국가 전략을 수립하는 것에 찬성한 비율은 전체의 91%로 매우 높은 수준이었으며 그 수행 주체로는 정부(47.5%), 국회(20.2%), 시민 단체(10%)순인 것으로 조사되었다. 결론: 일반 국민 1,0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본 연구결과는 국가적 차원의 웰다잉 정책과 완화의료의 제도적 지원책을 마련하는데 초석이 될 수 있을 것이다. Purpose: Ten years have passed since the Korean government announced its plan to institutionally support hospice and palliative care in 2002. In line with that, this study aims to suggest future directions for Korea's hospice and palliative care policy. Methods: We conducted a survey on people's perception and acceptance of well-dying. Data were collected from 1,000 participants aged 19~69 years between June 1 and June 11, 2012 via computer-assisted telephone interviews. Results: The most important factor for well-dying was placing no burden of care on others (36.7%) and the second most important factor was staying with their family and loved ones (19.1%). Among nine suggestions of policy support for well-dying, the most popular was the promotion of voluntary care sharing (88.3%), followed by the palliative care training support for healthcare providers (83.7%) and the support for palliative care facilities instead of funeral halls (81.7%). The idea of formulating a five-year national plan for end-of-life care drew strong support (91%). According to the survey, the plan should be implemented by the central government (47.5%), the National Assembly (20.2%) or civic groups (10%). Conclusion: This study demonstrated the public consensus and their consistent direction toward policy support for well-dying. Results of this study may serve as a foundation for the establishment of policy support for people's well-dying and palliative care at the national-level.

      • KCI등재

        미국도서관협회의 ‘금서주간(Banned Books Week)’ PR활동 연구: ‘도전받은 책(Challenged Books)’을 중심으로

        이서현 한국출판학회 2017 한국출판학연구 Vol.43 No.4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current status and characteristics of the Challenged Books which is the core activity of the Banned Books Week that has been conducted by the American Library Association since 1982 and also to examine how they deal with this issue. Above all, 6,666 books had been challenged for 16 years from 2001 to 2016. Analyzing 10 of the most frequently challenged books of each year, 80 books were included in the top 10 of the most challenged books as excluding duplicate ones. 71.3% of books out of all were for children and teenagers. Also, the challenged books were suggested based on 502 reasons. Among them, the most important reason for books have been banned is "not suitable for the age group," followed by the reasons of "excessive description," "religious viewpoint," and "antisocial contents." The American Library Association collects information on challenging books from different groups of public and institutions. Also, they carry out various activities to resolve this through open discussion and encourage the community to cooperate. 본 연구에서는 미국도서관협회가 1982년 이래 실시해 오고 있는 ‘금서주간’ 활동의 핵심인 ‘도전받은 책’의 특성을 파악하고, 이와 관련한 미국도서관협회의 PR활동을 살펴보았다. 분석결과, 2001년부터 2016년까지 16년 동안 전체 6,666권의 도서가 도전받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 가운데 매해 가장 빈번하게 도전받은 책 상위 10권의 목록을 대상으로 그 현황을 파악한 결과, 중복된 책을 제외한 총 80권의 책이 16년 동안 가장 많은 도전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도전받은 책들의 71.3%는 아동용 혹은 10대 청소년 대상 도서였으며, 전체 502건의 이유를 근거로 도전받은 것으로 파악되었다. 도전받은 이유로는 해당 도서가 ‘연령집단에 부적절’하다는 이유가 가장 많았고, 이어 ‘성적묘사가 지나침’, ‘종교적 관점을 반영함’, ‘반사회적 내용을 다룸’ 등의 순으로 높게 집계되었다. 미국도서관협회는 지적자유의 확대와 실현을 위해 도전받은 책 관련 문제를 공개적으로 논의하고 토론할 수 있도록 다양한 공중을 대상으로 PR활동을 수행하고 있으며, 지역사회가 이에 협조할 수 있도록 독려하고 있었다.

      • KCI등재

        애착성향이 관계의 질에 미치는 영향: 온/오프라인 자기개방의 상호작용효과를 중심으로

        이서현,양은주,권정혜 한국사회및성격심리학회 2013 한국심리학회지 사회 및 성격 Vol.27 No.2

        The emergence of Internet introduces a new social space for building and developing relationships. The aim of this study was to examine the mediating role of self-disclosure in offline and online spaces in the relationship between attachment styles and the relationship quality and the moderating role of self-disclosure in online space in influencing the mediation. Based on previous studies, we hypothesized a path model in which online/offline self-disclosure mediated attachment styles and the relationship quality. In addition, the model included the interacting effects of online and offline self-disclosures on the relational quality. A total of 1051 participants (males 44.5%, females 54.6%, unspecified 0.09%) were included with an age range between 20 and 39. participants completed self-report measures of adult attachment styles, perceived breadth and depth of online and offline communication, and relationship quality. Results supported the mediation effects of self-disclosures in offline and online spaces in the relationship between attachment styles and the relational quality. path coefficients of avoidant attachment style with both online and offline self-disclosures were negative, while path coefficients of anxiety attachment style with both self-disclosures were positive. In addition, the relationship between anxiety style and online self-disclosure was stronger than that between anxiety style and offline self-disclosure. Finally, the moderating effect of online self-disclosure on the relationship between offline self-disclosure and the relationship quality was significant. The implications and limitations were discussed. 인터넷의 등장은 대인관계의 형성과 발전에 새로운 장을 제공해주었다. 본 연구는 애착성향이 오프라인과 온라인에서의 자기개방에 어떤 영향을 미치며, 나아가 오프라인 자기개방과 온라인 자기개방이 어떤 상호작용을 통하여 관계의 질에 영향을 미치는지 살펴보고자 하였다. 이를 위하여 선행 연구를 바탕으로 애착성향이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의 자기개방을 매개로 하여 관계의 질에 이르는 경로모형을 가정하고 이의 타당성을 검증하고자 하였다. 이 모형에서는 애착불안 성향이 자기개방 행동을 촉진하는 특성으로 작용하며, 애착회피 성향은 자기개방을 억제하는 성향으로 작용할 것으로 가정하였으며, 이에 더해 오프라인에서의 자기 개방 행동과 온라인에서의 자기개방이 함께 상호작용하여 관계의 질에 영향을 줄 것으로 가정하였다. 눈덩이 표집법으로 전국에서 모집된 총 1051명(남자 468명, 여자 564명)의 연구 대상자에게 자기보고식 애착 척도,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의 자기개방 척도, 관계의 질 척도로 구성된 설문지를 실시하였다. 본 연구에서 제안한 모형을 검증하기 위해 경로분석을 실시한 결과, 제안된 연구 모형의 적합도가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애착성향이 자기개방을 매개하여 관계의 질에 이르는 경로도 모두 유의한 것으로 나타났다. 애착회피의 경우 오프라인과 온라인 자기 개방으로 가는 경로계수가 모두 부적으로 나타났으나 애착불안의 경우에는 두 경로가 모두 정적으로 나타났다. 또한 애착불안에서 온라인 자기개방으로 가는 경로계수가 오프라인 자기개방으로 가는 경로계수보다 유의하게 큰 것으로 드러났다. 이에 더해 오프라인 자기개방과 온라인 자기개방은 상호작용하여 관계의 질에 영향을 미치는 것이 확인되었다. 이러한 결과에 기초하여 연구의 의의와 제한점을 논의하였다.

      • KCI등재

        국내 소비자의 콩고기 인식에 따른 식생활 정체성 분석

        이서현,박재희,이민아,박은주 한국영양학회 2022 Journal of Nutrition and Health Vol.55 No.4

        Purpose: This study was undertaken to examine the perception of Korean consumers regarding soybean meat. Using the Dietary Identify Questionnaire (DIQ), the data obtained were analyzed to identify various factors related to a plant-based diet. Methods: A consumer survey was conducted from June 1st to 30th, 2021, targeting 260 Korean consumers over the age of 20 years. Subjects were asked to answer six questions related to the perception of soybean meat. Of the 52 items present in the DIQ, 33 items were verified and reconstructed. All data were analyzed using the SPSS statistics (ver.25). Results: The subjects were divided into two groups, ‘passive consuming group’ and ‘active consuming group’, based on their perception of soybean meat. Demographic analysis according to the perception of soybean meat showed significant differences in age, marital status, academic background, and family members. The DIQ was categorized into 7 types: prosocial motivation, out-group regard, centrality, public regard, personal motivation, strictness, and private regard. Comparing by perception about soybean meat, significant differences were obtained between both groups for ‘prosocial motivation (p < 0.01)’, ‘centrality (p < 0.01)’, ‘private norm (p < 0.05)’, and ‘personal motivation (p < 0.001)’. The ‘passive consuming group’ showed relatively low scores in all 4 factors. Conclusion: In the future, the results of this study can be applied to define the meaning of vegan in Korea. We believe our results will provide basic marketing data for the plantbased meat market. This will help expand the soybean meat market for a sustainable life for consumers, which is based on various needs such as health and the environment.

      • KCI등재

        제주지역 지상파 방송의 유튜브 플랫폼 전략과 그 지체 요인

        이서현,박경숙 한국사회이론학회 2022 사회이론 Vol.- No.61

        The YouTube platform is understood as a major strategy for overcoming a crisis of broadcasting. It is attracting high attention in that it is a ‘new channel’ that can promote the role of broadcasting. Local terrestrial broadcasts are not exempt from this. Thus, this study has examined how local terrestrial broadcasts in the Jeju region are operating on the YouTube platform. As a result, various implications are understood from the perspective of ‘insiders’ centered on broadcasting station employees. Upon conducting in-depth interviews, it was ascertained that regional broadcasting station employees believed that the public confidence in local terrestrial broadcasts would act as a positive ‘transfer effect’ or ‘halo effect’ on the YouTube contents they produce. This can be said to be an advantage in that they have the experience and authority of regional broadcasters. At the same time, however, it also became a constraint that made it difficult to break out of the existing ‘broadcasting frame.’ They experienced difficulties in adapting between traditional broadcasting grammar and YouTube grammar, which pursues freedom of irregularity. In addition, they had concerns that the YouTube platform would lower the ‘class’ of terrestrial broadcasts they had built over the years, and increase the workload for their colleagues. Within this situation, the performance of operating on the YouTube platform was not clearly visible. It can be said that currently, operations are unstable, and future prospects are uncertain. This provides more reason to break away from the ‘path of dependence’ on their glory days and prepare a platform strategy that is suitable for the new environment from the perspective of the ‘niche theory.’ At the same time, long-term results can be expected only when manpower recruitment and budget are secured. 유튜브 플랫폼 운영은 방송의 위기 극복을 위한 주요 전략으로 이해되고 있다. 방송의 역할을 제고할 수 있는 ‘새로운 채널’이라는 점에서도 주목도가 높다. 지역 지상파 방송이라고 해서 예외일 수 없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제주지역 지상파 방송들이 유튜브 플랫폼을 어떻게 운영하고 있으며, 그 과정에서 나타난 여러 함의들을 ‘내부자’ 관점에서 살펴보았다. 심층인터뷰 결과, 지역방송 종사자들은 지상파 방송의 공신력이 그들이 생산하는 유튜브 콘텐츠에 긍정적인 ‘전이효과’ 혹은 ‘후광효과’로 작용할 것이라 믿고 있었다. 지역방송의 경험과 권위를 선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장점으로 본 것이다. 하지만 이는 기존의 ‘방송틀’을 벗어나기 힘들게 하는 제약요인이 되기도 했다. 이들은 전통적인 방송 문법과 비정형성의 자유로움을 추구하는 유튜브 문법 사이에서 적응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이외에도 유튜브 플랫폼 운영이 그간 구축해온 지상파 방송의 ‘격’을 떨어뜨릴 수 있으며, 동료들에게 업무를 가중시킬 수 있다는 부담을 갖고 있었다. 제주지역 지상파 방송의 유튜브 플랫폼 운영의 성과는 아직 뚜렷하게 나타나지 않았다. 현재의 운영은 불안정하고, 미래의 전망은 불투명한 상황이라 할 수 있다. 이럴수록 전성기의 ‘경로의존’을 탈피하고, ‘적소이론’의 관점에서 새로운 환경에 합당한 플랫폼 전략을 마련해야 한다. 이와 함께 인력 충원 및 예산 확보가 이루어져야 장기적인 성과를 기대할 수 있다.

      • KCI등재

        ‘제주국제자유도시’ 의제 변화에 관한 연구

        이서현 한국지역언론학회 2020 언론과학연구 Vol.20 No.3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how Jeju media has dealt with the Jeju Free International City Agenda, which was the national policy and the core development policy of Jeju Self-Governing Province for the past 20 years, through editorials. As a result of the analysis, in the Agenda-Setting Period, which was the early stage of preparation and implementation of Jeju Free International City, Jeju media focused on the Policy Inefficiency, Government Support, and Institutional Supplementation Agenda. On the other hand, in the Agenda-Maintaining Period, Policy Inefficiency was highly used, and agendas for requesting various Institutional Supplementation and asking for Government Support were relatively utilized high. In the Agenda-Decreasing Period, skepticism about the Jeju Free International City began to emerge as the discussion of incompetence due to Policy Inefficiency was materialized. Via the whole period of research, the Policy Inefficiency and Incompetence Agenda was the most used. Although the Government Support and Institutional Supplementation Agenda emerged at different periods, the Policy Inefficiency and Incompetence Agenda increased over the years. It indicated that the Jeju Free International City Agenda was disappearing from editorials. In other words, Jeju Free International City Agenda, which has been promoting for over 20 years, was moving away from the public agenda. 본 연구에서는 국가 정책이자 제주도의 핵심 개발정책인 ‘제주국제자유도시’ 의제를제주지역 언론이 지난 20여 년 동안 어떻게 다루어 왔는지 살펴보았다. 분석결과, 제주국제자유도시 준비 및 시행 초기인 ‘의제 생성기’에서는 성공적인 국제자유도시 추진을위한 발전적 견제라 할 수 있는 제도수정 및 보완 의제의 비율이 비교적 높은 가운데 정책의 비효율성 및 무능과 정부지원에 대한 의제가 주를 이루었다. 반면, ‘의제 유지기’에서는 정책의 비효율성 및 무능 의제가 높은 가운데 각종 제도수정 및 보완의 필요성에대한 문제제기와 정부지원 요청에 대한 의제가 많았다. ‘의제 쇠퇴기’에서는 정책의 비효율성 및 무능에 대한 논의가 구체화되면서 국제자유도시 조성에 대한 회의론이 나타나기 시작했다. 이처럼 제주국제자유도시 의제는 생성기에서 쇠퇴기까지 정책의 비효율성및 무능 의제가 중심을 이루었다. 정부지원과 제도수정 및 보완 의제가 시기를 달리하면서 부각되기는 했으나, 정책의 비효율성 및 무능 의제가 후반기로 갈수록 더욱 많아지면서 사설에서 국제자유도시 의제가 사라져가고 있음이 확인되었다. 이는 20여 년 동안추진해왔던 국제자유도시가 공공의제에서 멀어져가고 있음을 의미한다.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