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펼치기
        • 등재정보
          펼치기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펼치기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반제국적 대항담론으로서의 신화적 이야기들과 예배

        이병학 한신대학교 신학사상연구소 2011 신학사상 Vol.0 No.155

        The purpose of this paper is to interpret the textual unit of Rev. 12:1-15:4 from the post-colonial perspective. This textual unit expresses itself with mythical stories and symbols. I understand that John of Patmos used them as anti-imperial counter-discourse in order to criticize the imperial discourse and the imperial cults which legitimates Roman imperialism and to encourage the suffering Christian community. I attempt to interpret the meaning of 666 in the relation to the context of the Old Testament, because it mentions the number twice surprisingly. I also try to find the political dimension of the liturgical hymns of the worships mentioned tree times in this textual unit. It will contribute to the reform of the worship of church. At the conclusion of this paper I am going to name the beast in this present world and to criticize it. 이 논문의 목적은 요한묵시록의 중심적 단락인 12;1-15:4를 탈식민주의적 관점에서 해석하는데 있다. 이 단락은 신화적 이야기들과 상징들로 표현되어 있다. 나는 밧모 섬의 요한이 로마의 제국주의를 정당화하는 제국의 담론과 황제예배를 비판하기 위해서 그리고 고난당하는 기독교적 공동체를 격려하기 위해서 신화적 이야기들과 상징들을 반제국적 대항담론으로 사용하였다고 이해한다. 나는 육백육십육이라는 짐승의 수에 대한 기존의 해석을 비판하고, 그 수의 의미를 구약과의 관계에서 새롭게 해석하고자 한다. 나는 또한 이 단락에서 세 번 언급된 예배의 예전적 찬송들의 정치적 차원을 찾고자 한다. 그것은 교회의 예배의 쇄신에 기여할 것이다. 이 논문의 결론에서 나는 신자유주의적 세계화의 시대에 수많은 가난한 자들과 약자들의 생명을 파괴하고 자연을 훼손하는 오늘의 짐승들과 짐승의 우상을 호명하고 비판한다.

      • KCI등재

        언제까지 우리의 흘린 피를 신원하여주지 않으렵니까?(묵6:10): 제국주의에 대한 저항과 기억의 문화

        이병학 한신대학교 신학사상연구소 2006 신학사상 Vol.0 No.135

        The vision of the scroll with seven seals has been falsely interpreted as a prophecy about the great tribulation and judgment of God on the unbelieving world in the future. From the post-colonial perspective I understand the seven seals as a theological frame not only for the analysis of socio-political context of the Roman Empire, which produced a mass of the innocent victims in the colonized Asian provinces, but also for the strategy of resistance against the Roman imperialism. The center of the vision is the fifth seal, where the victims cry out for justice and vindication. Their cry and memory are interpreted as a form of prayer of the victims. John's strategy of resistance against the Roman imperialism is the solidary with the dead through memory and the resistance of non-violence. This strategy is based on the ethics of memory, which comes out from the power of the memory of the dead. Nowadays it is necessary to resist against the imperialism and the empire of the global capital and to create the culture of memory, which represents the suffering of the dead, who have been victimized in the process of imperialism and globalization. 일곱 겹으로 봉인된 책의 환상은 일반적으로 종말의 때에 불신 세계에 임할 대재앙과 하느님의 심판에 대한 예언으로 잘못 해석되어왔다. 이 환상을 탈식민주의적 관점에서 읽는다면, 일곱 봉인 환상은 식민지화된 소아시아 지역에서 수많은 희생자들을 생산하였던 로마제국의 사회정치적 현실에 대한 분석뿐만 아니라, 로마의 제국주의에 저항하는 실천적 전략을 위한 신학적 틀로 새롭게 이해될 수 있다. 이 일곱 봉인 환상은 불의를 은폐하기 위해서 학살당한 희생자들의 기억을 억압하고 봉인한 지배자들의 공식적 기억에 대항하는 희생자들과 살아남은 자들의 대항기억과 기억투쟁을 보여준다. 반제국주의적 영성을 제공하는 일곱 봉인 환상의 중심은 죽은 자들의 통곡과 절규가 있는 다섯째 봉인이며, 여기서 희생자들의 탄원 기도는 절규와 기억의 양태를 가지고 있다. 로마의 제국주의에 대한 요한의 투쟁 전략은 죽은 자들과의 기억연대와 비폭력적 저항이다. 이러한 연대와 저항의 기반은 짐승과 싸우는 어린양 예수에 대한 기억으로부터 나오는 저항의 영성과 죽은 자들의 고난에 대한 기억의 힘으로부터 나오는 기억의 윤리이다. 교회는 죽은 자들의 고난에 대한 기억을 보존하고 재현하는 기억의 문화를 형성하는 중심이 되어야 한다. 나는 오늘날 신자유주의적 세계화의 맥락에서 제국주의와 지구적 자본의 제국에 대한 저항이 신학과 교회의 중심적 과제가 되어야 한다고 본다.

      • KCI등재

        파티클시스템 기반의 그래픽 특수효과 엔진의 구현 사례

        이병학,조성현 한국게임학회 2009 한국게임학회 논문지 Vol.9 No.1

        최근 그래픽 하드웨어는 눈부신 발전을 거듭하였으며, 이에 따라 국내의 게임 유저들은 사실 감과 생동감이 넘치는 화려한 게임 그래픽을 요구하고 있다. 그래픽 특수효과는 이러한 요구를 만족시킬 수 있는 방법 중 하나이지만, 특수효과를 재사용할 수 있는 일반적인 형태로 구현된 사례는 없었다. 본 논문에서는 그래픽 특수효과 엔진의 구현과 그 적용 사례를 통하여 게임에 그래픽 특수효과를 쉽게 적용할 수 있음을 기술한다. 특수효과 데이터를 표준 파일 포맷으로 저장 및 로드함으로서 특수효과의 재사용이 가능하고, 그래픽 특수효과 편집툴을 이용하여 게임 제작 이전이라도 특수효과의 테스트 및 시연을 할 수 있다. Recently graphic hardwares have been developed remarkably, and domestic and foreign game users have demanded realistic and spectacular game graphics. Graphic special effects are one of methods to satisfy these requests, but we have not known any cases where graphic special effects are general and thus reusable. Based on the implementation of our graphic special effect engine and its application cases, this paper describes how to easily exploit graphic special effects in developing games. We define a standard file format in which special effect data can be saved and loaded, and thus those data can be reused easily. We also show that developers can test or preview special effects by exploiting our graphic special effect tool even before producing games.

      • KCI등재
      • KCI등재

        “네 천사들은 사람 삼분의 일을 죽이기로 예비된 자들이더라”(묵9:15): 대량학살의 기억과 반제국주의 운동

        이병학 한신대학교 신학사상연구소 2008 신학사상 Vol.0 No.143

        The vision of seven trumpets(8:2-11:19) has been usually interpreted in terms of judgment of God and the end of the world through plagues. But I understand this vision in term of new exodus as God's movement of anti-imperialism taking place in the heart of the Roman Empire, where violence and mass killings are prevailing. Here the judgment of God is aimed not at the end of the world, but at the elimination of unjustice and oppressors in the world. I try to interpret the signs of the seven trumpets as symbols of liberating action of God punishing oppressors and unmasking the evil power of the imperialism of Roman Empire, which brings about the genocides to the innocent people in colonial regions. The Christian participation in the anti-imperialism in the present time between the sixth and seventh trumpet is decisively important for the proclamation of the seventh trumpet. 일곱 나팔들의 환상(8:2-11;19)은 주로 사람들에게 두려움과 공포를 자아내는 대재앙을 통한 하느님의 심판과 세계의 종말이라는 점에서 해석되어왔다. 그러나 나는 이 환상의 여러 표징들을 폭력과 학살이 지배하는 로마제국의 한복판에서 새로운 출애굽을 일으킨 하느님의 반제국주의 운동을 위한 해방적 행동들이라는 점에서 해석한다. 여기서 하느님의 심판은 세계의 종말이 아니라, 세계 안에 있는 모든 종류의 불의를 소멸시키고 억압자들을 심판하는 역사 안에서의 심판을 의미한다. 나는 일곱 나팔들의 표징들을 로마제국에 의해서 조직된 세계와 짐승의 추종자들을 심판하고 식민지의 무죄한 인민들에게 대량학살을 자행한 로마제국의 사악한 제국주의 권력의 가면을 벗기는 하느님의 해방적 행동들로 해석한다. 여섯째 나팔과 일곱째 나팔 사이의 현재에 시대에 그리스도인들이 참여하는 반제국주의 운동이 일곱째 나팔 소리의 선포를 위해서 결정적으로 중요하다.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