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圓嶠에 대한 秋史의 批評과 東國眞體 개념논쟁

        윤기성 조선대학교 인문학연구원 2019 인문학연구 Vol.0 No.57

        This paper (or manuscript) is involved in debates about Donggukjinche. But This manuscript is unrelated to discussions about whether Donggukjinche is valid as any scholarship concepts or what is truth. The purposes of this paper only examine relational aspects between Conceptual Arguments about Donggukjinche and Chusa's Criticisms for Wongyo. From the first the study of our literatures started as part of the studies of practical sciences. By the 1930s under Japanese imperialism a minority of un-blinded elites who realized nationalisms and were affected by europe civilizations brought about any concepts of "Silhak(or Realist School of Confucianism)". They hoped that they themselves made a comeback such as an ethic pride from a ruined country and paid attention to any realizing ideologies of an age from the period of Yeong-Jo the Great and King Jeong-Jo in the Chosun Dynasty called the Renaissance of the Chosun-Version. This spirit of the times was identified and conceptualized with empirical tradition which was motto of documental archaeology. And the spirit of the times was called as "Silhak". Therefore in those days Chusa(=Kim Jung-hee) who was a great man and Buk-hak School became a center of literal studies. Chusa's representative is calligraphy whenever we recalled him(=Kim Jung-hee) and his key point of an art theory was the theory of calligraphy. His gists through criticism for Wongyo panned out. Chusa severely criticized Wongyo with the theory of BukbiNamcheop made by being based on the theory of epigraph of documental archaeology and made by Wanwon(1764~1849). In the beginning period this became any gists of any standard literal systems of documental archaeology with Chusa. But in the early period studies of "truth" put value of western "modern times". So these studies had limitations which put value of interruption aspects with our cultures. The real cultural studies of Gan Song School started to overcome these problems. The concept which supported these purposes is so-called Donggukjinche. But Donggukjinche gave rise to elucidation requests of truth and validities of technical terms. At the era of conventionally regarded as habits of centric literal systems of documental archaeology this discussions originated from repulsions because assumptions of this paper was related to giving high values. These situations seems to be source of Donggukjinche's concepts as Chusa's Criticism for Wongyo of being based on centric literal systems of documental archaeology. If any conepts of Donggukjinche generate from identical points with any points of existing literary bases, I think existing literary systems make any questions of faltering. 본고는 비록 동국진체에 관한 논의이나, 학술개념으로서 타당한가 혹은 실체가 무엇인가라는 논의와는 무관하다. 다만 동국진체 개념과 ‘원교에 대한 추사의 비평’과의 관계양상을 살펴보려는데 목적이 있다. 우리의 문예 연구는 애초 실학연구의 일환에서 출발했다. 우리의 ‘실학’이라는 개념은 1930년대 일제 치하에서 서구문물에 노출되고 민족주의를 자각한 몇몇 소수의 엘리트에 의해서 등장했다. 그들은 망국 상황에 놓인 민족적 자긍심을 재기하려는 희망에서, 조선 판 르네상스라 불리는 영․정조기의 어떤 자각적 시대 이념에 주목했다. 이 시대정신을 고증학의 모토인 ‘實事求是’와 동일시하고 개념화한 것이 바로 실학이다. 따라서 고증학의 거인이자 북학파인 추사는 당시 문예 연구의 중심이었다. 그런데 추사를 떠올릴 때 대표적인 것이 서예이며, 그의 예술론의 핵심은 서예이론에 있었다. 그리고 그것은 원교에 대한 비평을 통해 전개되었다. 추사는 고증학의 풍토의 碑學을 바탕으로 저술된, 阮元(1764~1849)의 「北碑南帖論」에 입각해 원교를 혹독하게 비판했다. 이것이 초창기 추사를 중심으로 하는 고증학 기준 문예 체계의 골간이 되었다. 그러나 초창기 실학연구는 서구적 ‘근대’에 그 가치를 둠에 따라, 기존의 우리 문화와의 단절적 측면에 가치를 두는 한계를 안고 있었다. 간송학파의 진경문화 연구는 이를 극복하고자 출발했다. 이러한 목적을 뒷받침하기 위해 쓰인 개념이 소위 ‘동국진체’다. 그러나 동국진체는, 실체에 대한 해명요구와 학술용어로서의 타당 여부에 대한 논쟁을 야기했다. 본고는 이러한 논쟁이 고증학 중심 문예 체계의 습관에서 진부하게 치부된 시대에, 높은 가치를 부여하는 데에 대한 거부감에서 비롯되었다는 가설에서 출발했다. 이는 고증학 중심 문예 체계의 기반인 ‘추사의 원교에 대한 비평’이, 또한 동국진체 개념의 발원지로 보인다는 점에 있다. 동국진체라는 개념이 기존 문예의 근간이 되는 지점과 동일한 지점에서 발원했다면, 기존 문예의 체계가 흔들리는 문제가 발생하기 때문이라고 본 것이다.

      • SCOPUS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후보

        고연령군 뇌동맥류 파열 환자의 치료 결과

        윤기성,최찬영,한성록,이기택,손문준,이채혁 대한뇌혈관외과학회 2010 Journal of Cerebrovascular and Endovascular Neuros Vol.12 No.3

        Objective : This study aimed to assess the results of surgical and endovascular treatments in aneurysmal subarachnoid hemorrhage (SAH) patients older than 70 years. Methods : This study included 18 patients, more than 70 years of age, treated for ruptured cerebral aneurysms between April 2004 and March 2009. In most cases, patients underwent the early obliteration procedure for each aneurysm, and we compared the clinical results according to the obliteration method (clipping or coiling). We assessed neurological outcomes at 6 months post-procedure according to the modified Rankin Scale (mRS): favorable (mRS score > 2) or unfavorable (mRS score > 2). Results : Of the 18 patients, 12 (66.6%) underwent obliteration of the aneurysm sac via microvascular clipping patients, and 6 (33.3%) underwent endovascular coiling. At 6 months post-procedure, the clinical outcomes were favorable in 6 patients (33.3%), 5 (41.7%) who received microvascular clipping and 1 (16.7%) who underwent endovascular coiling. Unfavorable outcome was not statistically associated with poor initial clinical state, poor Fisher grade, occurrence of stroke, or hydrocephalus, although we frequently noted these variables in the unfavorable outcomes. Conclusions : In this study, aneurysm obliteration method (microvascular clipping vs. endovascular coiling) did not seem to significantly affect clinical outcomes. A poor initial clinical state, poor Fisher grade, occurrence of stroke, and hydrocephalus seemed to be associated with poor clinical outcomes. (Kor J Cerebrovascular Surgery 12(3):190-195, 2010)

      • SCOPUSKCI등재
      • Lipopolysaccharide가 배양 각질형성세포 및 말초혈액 단핵구의 Cytokines 유전자 발현에 미치는 영향

        윤기성,전재복,김도원,정상립,김문규 慶北大學校 醫科大學 1995 慶北醫大誌 Vol.36 No.4

        목적 : 라포다당류(lipopolysaccharde LPS)는 glycolipids 복합물로 인체내의 여러 면역세포, 특히 혈액내의 단핵구/대식세포에 강력하고 다양한 형태의 자극제로 작용, 각종 사이토카인(cytokine)을, 포함한 여러 매개물질의 분비를 야기하며, 배양세포의 자극제로도 흔히 이용된다. 이에 LPS로 자극된 배양 각질형성 세포및 말초혈액 단핵구가 어떤 사이토카인 유전자를 발현하며 양자간에 그 차이는 어떤가를 알아보고자 한다. 대상 및 방법 : 포피절제술과 말초혈액 채취를 통해 얻어진 배양 각질형성세포 및 단핵구를 역전사 및 중합효소 연쇄반응을 사용하여 사이토카인 유전자 발현을 측정하였다. 결과 : 말초혈액 단핵구에서는 5㎍/㎖의 LPS로 자극한 경우 6 시간 및 24 시간 후 모두에서 대조군인 GAPDH를 포함하여 실험한 IL-1α, IL-1β, IL-2, IL-4, IL-6, IL-8, IL-10, TNF-α, TGF-α, TGF-β, GM-CSF 등 11 종류의 모든 사이토카인 유전자 발현을 볼 수 있었고 LPS를 주지 않은 군에서는 6 시간 및 24 시간 후 IL-2와 IL-6을 제외한 9 종류의 사이토카인 유전자 발현을 볼 수 있었으며 그 발현의 정도는 약했다. 각질형성세포에서는 LPS 처치 전 24 시간 동안 BPE를 제거한 각질형성세포 배양액을 사용했을 때 LPS를 주지 않은 경우와 5㎍/㎖의 LPS로 자극한 경우 모두 6 시간 및 24 시간 후 다 같이 어떤 유전자 발현도 볼 수 없었으며, 25㎍/㎖의 LPS로 자극한 경우 6 시간 후에는 유전자 발현이 없었으나 24 시간 후에는 IL-1α, IL-1β, IL-8, IL-10, TGF-α, TGF-β 및 GM-CSF의 유전자 발현을 볼 수 있었고, 이들의 발현 정도는 LPS의 농도가 높을수록 강하게 나타났다. 결론 : LPS가 배양 각질형성세포 및 말초혈액 단핵구의 사이토카인 유전자 발현을 자극하나 양세포간에는 뚜렷한 차이가 있었으며, 각질형성세포에서는 BPE가 cytokine 유전자 발현에 상당한 변수로 작용할 수 있음을 관찰할 수 있었다. Lipopolysaccharde(LPS), a complex glycolipids, is the major component of the outermost membrane of Gram-negative bacteria. There is much interest in LPS because it provides a potent and pleiotrophic stimulus for immune cells, both in vitro and in vivo. It has been often used as the stimulant for several cultured cells, and is known to stimulate the keratinocytes to produce several cytokines. To investigate the effects of LPS on cytokine gene expression of cultured keratinocytes and peripheral blood mononuclear cells (PBMC), we examined the transcripts of cytokine genes using the reverse transcription and polymerase chain reaction (RT-PCR) method with 13 cytokine-specifci primers. The results were as follows : 1. LPS in a concentration of 5 ㎍/㎖ increased the transcription of all the cytokines we examined in PBMC, i.e., interleukin (IL)-1α, IL-1β, IL-2, IL-4, IL-6, IL-8, IL-10, tumor necrosis factor (TNF)-α, transforming growth factor (TGF)-α, TGF-β and granulocyte/macrophage-colony stimulating factor (GM-CSF). 2. In keratinocytes cultured in the media without bovine pituitary extract(BPE) for the last 24 hours, LPS in a concentration of 5 ㎍/㎖ did not stimulate any cytokine gene expression. However, LPS in a concentration of 25 ㎍/㎖ stimulated cytokine gene expression of IL-1α, IL-1β, TGF-α, TGF-β and GM-CSF-after 24 hours. 3. In keratinocytes cultured in the media containing BPE, LPS in both concentration of 5 ㎍/㎖ and 25 ㎍/㎖ stimulated cytokine gene expression of IL-1α, IL-1β, IL-8, IL-10, TGF-α, TGF-β and GM-CSF after 6 and 24 hours, respectively.

      • KCI등재
      • KCI등재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