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펼치기
        • 등재정보
          펼치기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펼치기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반추 및 반성과 우울 및 심리적 안녕감과의 관계에서 마음챙김의 매개 및 조절효과

        유성경(柳聖璟),최보윤(崔寶允),강유선(姜有宣) 서울대학교 교육연구소 2020 아시아교육연구 Vol.21 No.2

        본 연구에서는 내부초점적 반응양식인 반추 및 반성의 구별된 성격을 규명하고, 해당 변인들이 우울 및 심리적 안녕감으로 이어지는 과정에서 마음챙김의 주된 역할을 확인하기 위해 마음챙김의 매개 및 조절효과를 살펴보았다. 이를 위해 수도권 내 4년제 대학 학부생 292명을 대상으로 우울감정에 대한 반응양식, 마음챙김, 우울, 심리적 안녕감 척도를 실시하였으며, 이상값을 제외한 278명의 결과를 분석하였다. 각 변인들 간 관계는 상관분석을 통해 검토하였으며, 그 결과를 바탕으로 반추 및 반성과 우울 및 심리적 안녕감과 관계에서 마음챙김의 매개 및 조절효과에 대해 구조방정식 모형검증을 통해 확인하였다. 분석결과, 마음챙김은 반추와 우울 및 심리적 안녕감과의 관계에서 부분매개역할을, 반성과 심리적 안녕감과의 관계에서 완전매개역할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반추와 우울의 관계에서는 마음챙김의 조절효과가 유의하여 마음챙김 수준이 높을수록 반추가 우울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이 조절됨을 확인하였다. 두 모형의 비교결과, 마음챙김은 조절효과보다 매개효과에서 통계적으로 유의한 경로가 주로 관찰되었다. 본 연구결과를 통해 반추 및 반성이 심리적 건강에 이르는 과정에서 기저의 변화과정을 야기하는 마음챙김의 역할을 확인하였고, 특히 모호한 반성의 성격을 규명하였다. 끝으로, 본 연구의 의의와 제한점을 논의하였다. In this study, we looked at the mediating and regulating effects of mindfulness to identify the distinct character of the brooding and reflection of internal focal reaction, and to identify the main role of mindfulness in the process of the corresponding variables leading to depression and psychological well-being. Data were obtained from university students(n=278) who completed self-report questionnaires, such as the Ruminative Response Scale(RRS), Cognitive and Affective Mindfulness Scale-Revised(CAMS-R), Korean version of Center for Epidemiologic Studies Depression Scale-Revised(K-CESD-R), and Psychological Well-being Scale(PWBS). The relationships among the variables was confirmed by correlation analysis. The result of structural equation modeling confirmed the mediating and moderating effects of mindfulness in the relationship of self-focused response styles, depression and psychological well-being. Specifically, mindfulness partially mediated the relationships between brooding and depression as well as psychological well-being, and fully mediated the relationships between reflection and psychological well-being. Also, there was a tendency the relationship between brooding and depression is moderated by mindfulness. And so, the higher mindfulness buffers the relationship between brooding and depression. As a result of the comparison between the two models, the mindfulness was mainly observed in the mediation effect rather than in the moderation effect. Through this research, the role of mindfulness that causes the process of base change in the process of brooding and reflection leading to psychological health was identified, and especially the character of ambiguous reflection was identified. Lastly, some implications and limitations were suggested.

      • KCI등재

        복합운동이 중년남성의 스트레스 호르몬, 심근 손상지표, 지질과산화 및 항산화 효소에 미치는 영향

        오유성,곽이섭,하민성 한국운동생리학회(구 한국운동과학회) 2013 운동과학 Vol.22 No.2

        본 연구의 목적은 50세 이상 중년남성을 대상으로 유산소 운동과 저항성 운동을 16주간 병행한 복합운동이 스트레스 호르몬, 심근 손상지표, 지질과산화 및 항산화 효소에 미치는 영향을 과학적으로 규명하는 것이었다. 연구의 대상자는 50세 이상의 중년 남성으로 의학적으로 이상소견이 없는 대상자 24명을 선정하였으며, 선정된 24명 중 신체적 특성이 비슷한 12명씩 임의 배정하여 통제군(control group)과 실험군(experiment group)으로 분류하였다. 복합운동 프로그램은 16주간 주 4-5회, 준비운동 10분, 본 운동 40-70분, 정리운동 10분으로 구성하여 실시하였다. 중년남성을 대상으로 스트레스 호르몬(cortisol), 심근손상지표(CO-MB), 지질과산화(TEARS, mA) 및 항산화효소(SOD)를 측정하였다. 본 연구를 통하여 얻어진 결과는 다음과 같다. 16주간의 복합운동 후 스트레스 호르몬 Cortisol 농도의 변화에는 시기간, 시기그룹간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나타났다. 심근 손상지표 CK-MB 농도의 변화에는 시기간, 시기그룹간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나타났다. 지질과산화 TBARS 농도의 변화에는 유의한 차이가 나타나지 않았지만 MDA 농도의 변화에는 시기간, 시기 그룹간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나타났다. 항산화 효소 SOD 농도의 변화에는 시기간, 시기그룹간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나타났다. 이상의 결과에서 16주간의 복합운동은 50대 중년 남성의 스트레스 호르몬의 수치를 낮추고, 심근 손상지표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며, 유산소 운동과 저항운동으로 인하여 노화와 관련이 있는 지질과산화의 억제와 항산화 효소의 활성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쳐, 노화를 예방하는데 있어 효과적인 프로그램이라 사료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attempted to identify the effects of combined exercise on stress hormone, heart muscle damage indices, lipid peroxides and plasma antioxidant enzyme in older males. For this study, 24 older males were recruited as participants. The participants were randomized divided into two groups, exercise group(n=12) and control group(n=12). The exercise group was trained combined exercise(aerobic and resistance exercise) program during 16 weeks(4-5 days per week). And the pre and post experiments respectively, a measurement of blood samples were took 2 times, which were at pre and post experiment, to measure concentration of plasma cortisol, CK-MB, TBARS, MDA and SOD. The analyzed data brought about the following results by using two-way Repeated ANOVA with SPSS 18.0. The results of the research was as follows. First, according to stress hormone of plasma cortisol level was significant between time and time.group(p<.01). Second, according to heart muscle damage indices of plasma CK-MB level, significant between time and time.group(p<.01). Third, according to lipid peroxides of plasma TBARS level, not significant between time and group. However, plasma MDA level was significant between time and time. group(p<.001). Fourth, according to antioxidant enzyme of plasma SOD level, significant between time and time.group(p<.05). From the result, combined exercise may positively effects on stress hormone, heart muscle damage indices, lipid peroxides and antioxidant enzyme. So we wants to suggest combined exercise was positive effect on senescence.

      • KCI등재
      • KCI등재

        노르딕 워킹이 퇴행성 무릎 관절염 노인여성의 근력과 유연성, 균형 및 통증에 미치는 영향

        오유성,장우성,김지선 한국응용과학기술학회 2019 한국응용과학기술학회지 Vol.36 No.4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퇴행성 무릎 관절염을 가진 노인여성을 대상으로 12주간의 노르딕 워킹을 통해 신체 기능과 관절염 통증 정도의 개선에 어떠한 효과를 미치는지 규명하는데 목적이 있다. 본 연구의 대상자는 퇴행성관절염으로 진단받은 노인여성 16명(나이: 73.00±3.70year, 신장: 154.30±4.07cm)을 대상으로 무선배정 된 노르딕 워킹 운동그룹(n=9)과 통제그룹(n=7)으로 나누었다. 운동 그룹은 노르딕 스틱을 이용하여 12주간 주 3회, 1회 30분 노르딕 워킹 운동을 실시하였고, 운동 강도는 HRR의 40-60%로 설정하였다. 통제그룹은 동일한 기간 동안 일상생활을 유지하도록 하였다. 종속변인으로 신체조성(체중, 체지방률, 근골격량)과 근력 과 유연성(상·하지 근력, 상·하지 유연성), 균형능력(정적균 형, 동적균형) 및 통증정도를 측정하였다. 이러한 지표들의 측정은 운동프로그램을 진행하기 전과 후로 나누어 2번 측정하였다. 자료처리는 SPSS-PC version 25.0을 이용하여 실험집단과 통계집단간의 생리학적 특성 비교를 위해 독립표본 t-test를 사용하였으며, 노르딕 워킹 운동그룹과 통제그룹의 그룹 간, 시기간의 변화를 알아보기 위해 2x2 반복측정 이원배치분산분석을 사용하였다. 연구 결과는 첫째, 12주간의 노르딕 워킹을 통해 신체조성 기능에서 체지방률은 운동 처치 후에 감소하는 결과가 나타났으며(p=.004), 집단 간과 시기 간의 상호작용에서도 감소하는 결과가 나타났다(p=.003). 골격근량은 운동처치 후에 증가하는 결과가 나타났으며(p=.018), 집단 간과 시기 간의 상호작용에서도 증가하는 결과가 나타났다(p=.005). 둘째, 근력과 유연성은 상지근력과 하지유연성에서 집단 간과 시기 간상호작용에서 증가하는 결과가 나타났으며(p=.009)(p=036), 하지근력에서는 운동집단과 통제집단 간 개선 효과가 나타났다(p=.006). 또한, 상지유연성은 운동처치 후에 증가하는 결과가 나타났다(p=.020). 셋째, 균형능력 요인은 정적균형에서 운동처치 후 개선 효과가 나타났으며(p=.016), 동적균형에서는 차이가 나타나 지 않았다(p>.05). 넷째, 통증정도는 운동처치 후 개선 효과가 나타났으며(p=.022), 운동집단과 통제집단 간에 개선 효과도 나타났다(p=.013). 결론적으로 12주간의 노르딕 워킹은 퇴행성 무릎 관절염을 가진 노인여성의 신체조성과 근력과 유연성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노르딕 워킹은 퇴행성 무릎 관절염을 가진 노인여성 에게 신체조성과 안정성, 균형성을 높여 주였으며, 무릎 관절의 통증을 낮춰주어 재활 운동 기능 개선에 효과적인 운동방법이라고 사료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whether the 12-week Nordic walking can improve the physical function and arthritis pain of elderly women with osteoarthritis This study were divided into randomly assigned Nordic Walking Exercise Group (n=9) and Control Group (n=7) for 16 Elderly women diagnosed with Osteoarthritis (age: 73±3.79 year, height: 154.3±4.09 cm). The exercise group used Nordic sticks to carry out 30 minutes of Nordic walking exercise three times a week for 12 weeks, and the kinetic intensity was set at 40-60% of HRR. The control group maintained daily life for the same period. Body composition (weight, percentage body fat, skeletal muscle mass), muscular strength, Flexibility (muscular strength of upper and lower limbs, flexibility of upper and lower limbs), balance ability (static balance, dynamic balance) and pain level were measured as subordinate variables. These indicators were measured twice before and after the exercise program. The study shows that percentage body fat and skeletal muscle mass in the body composition function over 12 weeks of Nordic walking exercise have significant effects after the exercise than before (p=004)(p=.003), and it also shows significant interaction effects between the groups and timings(p=.018)(p=.005). In muscular strength, Flexibility factors, there were significant effects between the groups and timings in the upper limb muscular strength and the lower limb flexibility (p=.009)(p=.036), and a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the exercise group and the control group(p=.006) in the lower limb muscular strength. In addition, in the upper limb flexibility, there was a more significant difference after the exercise than before(p=.020). There were improvement effects after the exercise than before in the balance ability and the static balance(p=.016), but no difference in the dynamic balance(p>.05). In pain, there was a significant improvement after the exercise than before(p=.022), and a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the exercise group and the control group(p=.013). In conclusion, the 12-week Nordic walking exercise has positive effects on the body composition functions of the elderly women with Osteoarthritis, and has a positive effect on the improvement of upper limb muscular strength and lower limb flexibility in the health fitness factors. These effects are believed to have contributed effectively to the improvement of the level of pain by contributing to the improvement of physical and motor functions of the elderly women with Osteoarthritis. Therefore, it is considered that Nordic walking exercise, which enhances stability and balance of the patients with Osteoarthritis by using poles, is an effective exercise method for the improvement of the body and motor functions by lowering the pain of the joints and reducing the muscular strength and percentage body fat.

      • KCI등재

        해고사실의 존재에 대한 증명책임

        유성재(兪聖在) 서울대학교 노동법연구회 2015 노동법연구 Vol.0 No.38

        근로관계의 종료원인을 둘러싸고 근로자 측에서는 해고라고 주장하고, 사용자 측에서는 사직이나 합의해지라고 주장하고 재판과정에서 어느 쪽의 주장이 옳은 지에 대하여 법관이 확신을 얻지 못하였다면, 즉 ‘진위불명’의 상태가 되었다면 누가 ‘진위불명’으로 인한 불이익을 감수하여야 하는지(증명책임)에 대하여 살펴보았다. 이러한 경우에 대하여 “사용자측에게 그 종료원인이 사직이나 합의해지라는 점에 대한 입증책임이 있다”고 한 서울행정법원의 판결은 현행 민사소송법상의 증명책임의 분배에 관한 기존의 판례에 배치될 뿐만 아니라 현행 민사소송법체계에도 맞지 않는 문제가 있다. 하지만 일부 노동위원회 판정이나 통설의 주장과 같이 ‘해고사실의 존재’에 대해서는 근로자에게 증명책임이 있다고 말하는 것도 옳지 않다고 본다. 왜냐하면 ‘해고사실의 존재’의 확인은 하나의 과정으로 완료되는 것이 아니라, 표시행위를 확정하고 그 표시행위의 의미를 확정하는 과정으로 구성되며 후자는 사실문제가 아닌 법률문제로 증명책임의 대상이 되지 않기 때문이다. 따라서 ‘해고사실의 존재’가 아니라, 사용자의 ‘표시행위의 존재’에 대해서만 근로자가 증명책임을 지고, 그 해석과 관련하여 ‘진위불명’의 상태가 발생하였다고 하여 근로자가 불이익을 감수하여야 하는 것은 아니다. 이러한 원칙들은 민사소송은 물론 행정소송, 노동위원회의 심판에도 동일하게 적용된다.

      • KCI등재

        고유수용성 저항운동이 사회복지시설 이용 여성 노인의 근지구력, 동적 평형성 및 보행능력에 미치는 영향

        오유성,박우영 한국응용과학기술학회 2020 한국응용과학기술학회지 Vol.37 No.6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valuate the effects of a 14-week proprioceptive resistance exercise on muscle endurance strength, dynamic balance and gait ability of elderly women in a social welfare facility. Thirty community dwelling elderly subjects (mean age 70.84±3.33) divided into experimental (n=15) and control (n=15) groups. The participants performed the muscle endurance strength(30sec hair stand), dynamic balance (3m up and go) and low extremity performance (10m walking, 400m walking) pre and after the training program. The exercise groups were submitted to 14 weeks proprioceptive training with a Swiss ball three times a week. As a results were as follow. Significantly improvements were observed in low extremity strength and dynamic balance. And there have significantly improvements in 10m walking, 400m walking. Conclusionly, the improvement of dynamic balance and gait ability by proprioceptive resistance training will reduce the possibility in female elderly people. 이 연구의 목적은 14주 고유수용성 저항운동이 사회복지시설 이용 여성 노인의 근지구력, 동적 평형성 및 보행능력에 미치는 영향이었다. 이 연구에 참여한 대상자는 평균연령이 70세 전후의 30의 여성 노인을 운동집단 15명과 통제집단 15명으로 구성하였다. 대상자들은 운동프로그램 전과 후에 근지구력(30 초 의자 앉았다 일어서기), 동적 평형성(3m 왕복 걷기)과 보행능력(10m 걷기, 400m 걷기)을 검사하였다. 운동집단은 주 3회 60분간 스위스 볼을 이용한 고유수용성 저항운동을 하였다. 연구 결과 하체 근지구력에 서는 유의한 개선이 있었고, 동적 평형성을 평가하는 3m 왕복 걷기에서도 유의한 개선이 있었다. 보행능력인 10m 걷기와 400m 걷기에서도 유의한 개선이 있었다. 결론적으로 고유수용성 저항운동에 의한 동적평 형성과 보행능력의 개선은 여성 노인의 낙상 관련 가능성을 감소시킬 것이다.

      • KCI등재

        신문기사 텍스트마이닝 분석을 통한 1950-70년대 ‘가난’을 둘러싼 학교교육 특질 분석

        유성상(劉聖相),하승천(河勝千) 서울대학교 교육연구소 2022 아시아교육연구 Vol.23 No.2

        본 연구는 1950-70년대 한국 사회의 화두였던 ‘가난’을 바탕으로 형성된 학교교육의 특질 및 사회적 의미를 파악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1950-70년대에 발간된 신문기사 가운데 〈가난〉과 〈학교교육〉의 내용을 담고 있는 기사를 중심으로 키워드네크워크 분석 및 토픽모델링를 실시하였다. 결과로부터 도출된 논의 거리는 다음 세 가지다. 첫째, 1950-70년대 학교교육에서 가난의 주체는 빈곤한 국가 그 자체였다. 당시 가난을 극복하기 위해 학부모의 역할이 커져야 한다는 점이 강조되고 있는데, 이는 가난을 극복해야 한다는 국가적 과제가 개인 차원의 과제로 전가되는 모습을 보인다. 둘째, 가난은 개인을 ‘올바른’ 품행을 내면화시켰다. 학교교육은 개인을 ‘경제적인 인간’으로 만들고, 각자의 가난을 극복하고자 하는 데 있어 윤리적 문제와 결부된 특성을 보였다. 셋째, 가난 화법은 학교교육에서의 형식적 평등주의를 강화했다. 형식적 평등주의는 개인 간, 집단 간 ‘차이’의 제거를 촉진하는데, 당시 이런 형식적 평등주의는 학교교육의 장에서 능력주의를 발현시키고 개인 간, 집단 간 불평등을 양산해 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understand the how poverty narratives influence on schooling in 1950s and 1970s. For this purpose, text elements surrounding poverty and school education were extracted through keyword network analysis focusing on newspaper articles published in the 1950s to 1970s. The major findings showed that first, the subject of poverty was the poor country itself, and the role of parents was increased to overcome this. Second, Poverty internalized the “right” behavior of the individual. School education showed characteristics related to ethical issues in making individuals ‘economical human beings’ and overcoming their own poverty. Third, poverty through schooling implies equality of opportunity. The equality of opportunity through the elimination of "difference" manifests meritocracy and produces inequality. This study attempted to provide to show how poverty was experienced in schooling at the national and individual levels in the 1950s and 1970s.

      • 제주 재래마아 쓰시마 재래마의 혈액내 단백질의 다형

        오유성,오문유,김세재,김기옥,고미희,모야박,양영훈 한국통합생물학회 1995 동물학회지 Vol.38 No.3

        제주 재래마와 쓰시마 재래마 간의 유전적 유연관계를 16개 혈액 단백질 좌위의 유전적 다형현상을 분석하여 연구하였다. 두 지역의 재래마 집단에서 5개의 단백질 좌위를 제외한 11개 좌위에서는 유전적 다형현상을 보였다. 다형현상을 나타내는 좌위에서 분석된 유전자 빈도를 이용하여 평균 이형접합자 빈도를 분석한 결과 제주 재래마에서는 0.375로 쓰시마 재래마의 0.304 보다 다소 높게 나타났다. Nei방법에 의해 계산된 Da distance와 유전자 동일성은 각각 0.108과 0.868이었다. 본 연구결과와 이미 보고된 아메리카말 집단들에서의 결과를 이용하여 phylogenetic tree를 구성하여 본 결과 크게 세 개의 cluster를 이루었다. 즉 아메리카말 집단들이 하나의 cluster를 이루었고 제주 재래마 집단이 하나의 cluster를 이루었으며, 이 두 cluster는 현존 말의 기원으로 보는 몽고 야생마 cluster에서 분지됨을 알 수 있었다. The phylogenetic relationships between Cheju native horses and Tsushima native horses were studied by protein polymorphism analyses in 16 gene loci (Trypsin inhibitor: Ti, Chymotrypsin inhibitor: CTi, Albumin: Al, Esterase: Es, Transferrin: Tf, Hemoglobin: Hb, Catalase: Cat, Esterase D: EsD, Glutamate oxaloacetate transaminase: GOT, Glyoxalase I: GLO I, Acid phosphatase: AcP, Superoxide dismutase: SOD, Lactate dehydrogenase: LDH, Hexokinase: HK, Malate dehydrogenase: MDH, Malic enzyme: ME). All allelic patterns of the protein loci, except 5 loci (SOD, LDH, HK, MDH, ME), were polymorphic in both two populations. Gene frequencies of the polymorphic loci of the population of Cheju native horses were higher than those of Tsushima native horses. Average heterozygosity in Cheju native horses was 0.375, showing higher than that of Tsushima native horses (0.304). The Da distance and gene identity of two populations were 0.108 and 0.868, respectively. The phylogenetic tree constructed by these results and those previously reported in other horse populations, consisted of three clusters. From this phylogenetic tree, it could be suggested that Cheju native horses and Tsushima native horses had diverged from the Mongolian wild horse (Equus prsewolskii).

      • 저항성 운동과 유산소 운동에 따른 혈중 지질 성분의 변화

        오유성 한국스포츠리서치 2003 한국 스포츠 리서치 Vol.20 No.1

        This study investigate effects of resistance training and aerobic training on blood lipids, two groups of men participated in acute resistance and aerobic training. To know each subject's VO₂max, 8 each healthy male college students (19.7±2.3, 19.3±0.5 years; height 176㎝; %body fat: 12.6%) performed graded exercise test using bruce protocol and then four subjects performed resistance training which consist of three sets of six exercises at 60% of each subject's one repetition maximum with a work of 300㎉ for 47min bout and other four subjects performed aerobic training, 24min bout of treadmill running to consume 300kcal at matched rates of 60% VO₂max. Blood was obtained at rest and immediately after and 30min, 60min after exercise for analysis of blood lipids. The TC, TG, HDL-C and LDL-C level in resistance exercise and aerobic exercise were increased immediately after exercise(p<.05) and then gradually decreased until value of rest, respectively. The results suggest that, in general, aerobic training elicit a greater decreased lipid paramers (TC, TG, LDL-C) than resistance training when two activities are performed at matched 300kcal energy consumption of work and equal duration.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