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요구원 후기시의 탈원근법적 주체와 시각의 형이상학

          오연경(Oh, Youn-kyung) 한국시학회 2013 한국시학연구 Vol.- No.36

          The Kyuwon Oh’s later poems, so called a ‘raw image poetry’ are based on a new alternative visual regime as a challenge to the anthropocentric perspective regime. The post-anthropocentricism of Kyuwon Oh’s poems proceeds from a denial of signifying or naming subject and such a subject-centered language. So the raw image poetry cannot but make into question not only a notion sticked to a language but also a notion sticked to a view. In this question, the main issue is a perspective hypothesis which establish a basis of subjectivity and rationality in anthropocentricism. Thus the raw image suggested by Kyuwon Oh is not a phenomenon of things in the raw, but an alternative hypothesis, that is a language of post-perspective vision against the conventionalized hypothesis sticked to things, This paper examines in reference to the post-perspective vision, the methodology of the raw image poetry which aims to make a language in contact to phenomenon of things by an innovation of perception. Therefore this paper would demonstrate that the keys to methodology of the raw image poetry are the post-perspective vision by analyzing in detail three points of writing poetry, ⑴ to make an another visual notion by eliminating a perspective depth, ⑵ to rearrange a routine visibility by reversing the principles of forms and backgrounds, ⑶ to create a metaphysical vision by realizing a frame-internal subject. It brings us a new ability of vision to see the things which are assigned to the invisible. The new ability of vision provides a ‘metaphysics of vision’ which visualizes a metaphysical longing for infinities of the world. The metaphysics of vision is considered as a kind of artistic utopia to overcome a problematic modernity in the society of fetishism. The raw image poetics of Kyuwon Oh can be appreciated in terms of a denial of perspective regime which establish a basis of subjectivity and rationality and a creation of metaphysical vision as counterplans for the perspective regime.

        • KCI등재

          탈원근법적 시각장과 단순성의 미학

          오연경(Oh Youn-kyung) 한국비평문학회 2016 批評文學 Vol.- No.60

          오규원(1941∼2007)과 장욱진(1917∼1990)은 물신화 시대에 저항하는 부정의 정신으로 예술적 대안을 모색했던 예술가들이다. 그 활동 시기에 약간의 시차가 존재함에도 불구하고, 관습화된 눈에서 벗어나 투명하고 단순한 세계상를 구현하고자 했던 그들의 예술 세계는 일정한 상관성을 형성하고 있다. 특히 오규원은 한 산문을 통해 장욱진의 회화에 대한 사유와 비평을 전개한 바 있다. 이 논문은 오규원의 「그림과 나」 연작을 중심으로 장욱진 회화와의 상관성에 주목하여, 오규원과 장욱진의 예술 세계가 현대적 시각 체제인 원근법에 대한 부정으로부터 추동되고 있음을 밝히고자 한다. 인간 중심주의적 입장에서 주체성과 합리성을 정초하는 원근법적 시각 체제에 대한 부정은 산업화 시대에 대한 반작용으로서 단순성의 미학과 동양적 세계관에 닿아 있다. 이 논문은 오규원의 후기시와 장욱진의 회화를 탈원근법적 시각장의 특징으로 규명하고, 나아가 그들이 도달한 단순성의 미학이 광기의 현대성을 극복하는 일종의 예술적 대안이었음을 논하고자 한다. Oh Kyu-won and Jang Wook-jin are artists which find their artistic way to revolt against fetishism. There are significant correlations between Oh Kyu-won and Jang Wook-jin in that they tried to realize transparent and simple vision of the world in their work of art, departing from conventional eye. The denial of conventional eye to fabricate and distort our vision is an energy to regain new purity in innovative work of art. This paper would establish that the art world of Oh Kyu-won and Jang Wook-jin are related to denial of "perspective" in modern visual regime, focusing on correlation between painting and I series by Oh Kyu-won and paintings by Jang Wook-jin. The denial of perspective visual regime which establishes a basis of subjectivity and rationality in anthropocentricism is linked closely to aesthetics of simplicity and oriental view of world, as an artistic alternative against industrial age. This paper examines that the common specific characteristics in Oh Kyu-won"s later poems and Jang Wook-jin"s paintings are based on the post-perspective vision, and that aesthetics of simplicity realized by their work is an artistic alternative to contradict an insanity of modernity.

        • KCI등재

          김수영의 사랑과 도래할 민주주의

          오연경(Oh, Youn-Kyung) 전남대학교 5.18연구소 2013 민주주의와 인권 Vol.13 No.1

          본 논문은 4·19혁명 이후 김수영 시에 나타난 변화를 ‘도래할 민주주의’라는 개념과 관련지어 살펴보고, ?사랑?(1961), ?거대한 뿌리?(1964), ?사랑의 변주곡?(1967)에 대한 분석을 바탕으로 사랑의 시학의 핵심을 탐구한다. 김수영에게 민주주의란 합의된 질서들이 한계를 나타내는 영역, 어떤 근거나 척도도 더 이상 작동하기 어려운 영역을 드러내는 힘, 즉 혼돈을 시작하는 힘이다. 이것이야말로 자기 몰락을 각오하고 타자를 내 안에 거주하게 하는 작업, 김수영이 4·19혁명에서 배운 사랑의 기술이다. 김수영의 사랑의 시학은 미완의 혁명을 변주하는 도래할 민주주의, 미완의 형식을 변주하는 도래할 시를 ‘찰나의 정지’와 ‘간단(間斷)의 리듬’을 통해 보여주었다. ‘찰나의 정지’는 역사와 생활을 고정된 것으로 붙박지 않고 순간의 ‘지금-여기’와 충돌시키기 위해 모든 고정관념을 정지시키는 정치-미학적 실천이며, ‘간단의 리듬’은 그러한 섬광과 같은 정지의 순간으로 미지의 타자, 다른 삶이 틈입될 때 생겨나는 단속적인 끊김들이 만들어내는 삶과 시의 리듬이다. 이 ‘찰나의 정지’와 ‘간단의 리듬’은 시적인 것과 정치적인 것의 구분을 무화시키는 김수영 시의 핵심 원리다.

        • KCI등재

          시적 능력의 구조와 문제해결 과정으로서의 시 교육 방법

          오연경(Oh, Youn-kyung) 한국근대문학회 2014 한국근대문학연구 Vol.15 No.2

          공식적으로 문학 교육과정을 확인할 수 있는 제4차 교육과정부터 최근의 2011 개정 교육과정에 이르기까지 시 해석 교육에 대한 관점은 거칠게 말해 텍스트 중심 해석으로부터 독자 중심 해석으로 이동하는 경향을 보였다. 그러나 작품 해석의 다양성에 대한 열린 태도를 강조하는 것 이외에 실질적인 변화를 찾아보기 어려운 것이 현실이다. 여기에는 독자 중심 작품 수용이 가져오게 될 ‘해석의 무정부주의’라는 난점도 문제지만, 독자의 능동적 참여를 가능하도록 할 구체적인 교육 방법론이 부재한다는 것이 더 큰 문제다. 작품 읽기에 능숙하지 않은 학습자가 주체적으로 작품을 수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는 작품 해석 방법을 교육적으로 재구조화하는 작업이 필요하다. 이를 위해 본 논문은 시 교육이 목표로 하는 ‘시적 능력’의 구조를 검토하고 그에 따라 시 읽기 과정에 필요한 전략이 ‘질문하기’와 ‘반복 읽기’라는 초인지 전략임을 보이고자 한다. 시텍스트의 의미론적 공백은 독자에게 중층적인 질문들을 불러일으키며, 그에 따른 반복 읽기는 텍스트의 공백이 가져오는 문제 상황을 해결하기 위한 능동적인 자기수정 절차로 볼 수 있다. 이에 따라 본 논문은 시 텍스트의 읽기 과정을 비판적 읽기, 집중적 읽기, 다중적 읽기, 통합적 읽기의 문제해결 과정으로 설정하고, 이에 따른 읽기 전략을 단계적으로 구조화한 수업 모형을 제안한다. 단계적 문제해결 모형은 첫째, 독자에서 텍스트로 중심축이 옮겨가는 방향으로 비평 이론들을 문학교육적 실천의 장으로 통합한다. 둘째, 독자의 반응에서 출발하여 타당하고도 정교한 해석을 창출해 내는 방향으로 교수ㆍ학습 단계를 설정한다. 셋째, 학습자를 질문하기와 반복 읽기를 통한 문제해결의 주체로, 교사를 질문 전략의 안내자로 설정함으로써 학습자 중심의 시 수업을 현실화한다. The paradigm of poetic education has shifted from text-based interpretation to reader-based response. In spite of the shift of paradigm, there is no substantial changes in addition to emphasize the open attitude toward the diversity of interpretations. This problem includes the theoretical and practical difficulty of "Anarchism of interpretation". But It is a fundamental problem that there is no specific methods to make the reader participate actively in interpretation of poetry text. It is needed to reconstruct educationally method of interpretation of poetry text in order to make an inexperienced readers to response subjectively to text. This paper examines the structure of "poetic competence" to be expected to achieve through poetic education and demonstrates that it is meta-cognitive strategies of "Questioning" and "Repeated reading" to be required in reading poetry text. The semantic vacancy in poetry text brings stratified questions to reader and enforces repeated reading. This Questioning and repeated reading are the procedure of self-readjustment to solve problems in indeterminacy of semantic vacancy in poetry text. Therefore this paper would establish the reading of poetry text as the process of problem solving and suggest the problem solving model by stages in critical reading, text-based reading, context-based reading, and integrative reading. This problem solving model would integrate critical theories into a practical field of poetic education. Next, this model would design teaching-learning stages from open responses of reader to appropriate and elaborate interpretations of reader. Last, this model would realize the lerner-centered instruction by setting the learner as a subject of problem solving and the teacher as a guide of questioning strategies.

        • KCI우수등재

          부모의 유머스타일이 유아의 정서 조절능력에 미치는 영향

          오연경(Yeon Kyeung Oh),황혜신(Hae Shin Hwang) 한국아동학회 2019 兒童學會誌 Vol.40 No.1

          Objectives: To investigate the effects of humor styles used by parents toward their children on the latter’s emotion regulation competence, and the role of parents" warm parenting style in their relationships. Methods: The parents" humor style and warm parenting behavior and their children"s emotion regulation competence were measured in 153 children aged 5-6 years, attending child care centers and kindergartens located in Seoul and Gyeong-gi regions, along with their parents, totaling to 459 participants. The collected data were analyzed using factor analysis,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and regression mediation analysis, with SPSS 21.0 program. Results: First, if the father used more social humor, or if the mother used more social and selfenhancing humor, the child was more likely to have high emotion regulation competence. Second, the parents using more social and self-enhancing humors and mothers using more aggressive humor were more likely to show warm parenting behavior. Third, the warm parenting behavior of the mother mediates the positive effect of her social and self-enhancing humor on her child"s emotion regulation competence. Conclusions: The frequent use of social and self-enhancing humor by parents means that they express their own emotion after regulating it positively. The infants adaptively regulate their own emotions by learning the regulated emotions of their parents. In addition, this result suggests that mother"s parenting behaviors are more influential on the child"s development than father"s parenting behaviors, despite women"s active advancement into society and change in values of child-rearing.

        • U-937 세포에서 방사선 및 H₂O₂에 의한 ceruloplasmin의 mRNA 유전자 발현

          오연경(Youn Kyoung Oh),박선영(Seon Young Park),김인규(In Gyu Kim),윤병수(ByoungSu Yoon) 한국환경성돌연변이발암원학회 2002 한국환경성돌연변이·발암원학회지 Vol.22 No.2

          In human U-937 cell exposed to γ-irradiation and H2O2, the level of mRNA expression in ceruloplasmin gene was measured by using comparative RT-PCR (reverse transcriptase-polymerase chain reaction). At the normal growth condition, the level of cerulaplasmin transcript was estimated as 8.2% and 0.0068% of<br/> hprt (hypoxantine phosphoribosyl transferase) transcript and of β-actin transcript, respectively. In U-937 cells exposed to a dose of 100 rad γ-irradiation, the level of ceruloplasmin transcript was increased about 2.7 and 1.6 fold compared to un-treated cell by using compensation with the levels of hprt and b-actin transcript. By contrast, the expression of ceruloplasmin gene in U-937 cells exposed to H₂O₂ (50 μM, 24 h), was shown no significant<br/> difference compared to un-treated cell. These results indicated that the expression system of ceruloplasmin gene may react only some specific oxygen species, such as reactive oxygen species induced by g-irradiation.

        • KCI등재

          김종삼 시의 이중성과 순수주의 : 초기시(1953∼1969)를 중심으로

          오연경(Oh Youn-kyung) 韓國批評文學會 2011 批評文學 Vol.- No.40

          전후 세대의 모더니티 탐색은 전통의 부정과 동시대성의 긍정으로부터 에너지를 얻고 있었다. 그것은 ‘예술의 탈인간화라 할 수 있는 형식주의적 모색’과 ‘실존주의적 휴머니즘에 근거한 존재론적 모색’을 동반한 것이었다. 김종삼은 그러한 두 방향의 모색을 동시적으로 추구해나간 시인이라 할 수 있다. 김종삼 시 세계에서 그러한 이중성을 가능하게 만든 것은 ‘순수주의’라는 동일한 뿌리였다. 언어적 순수주의는 사물성에 대한 천착과 언어의 무의미에 대한 탐구로 나아갔다. 김종삼의 언어주의는 관념이나 의미를 생략하고 순수 이미지만을 병치시키고자 하는 시적 방법론으로 요약될 수 있다. 그의 묘사 기법은 언어의 ‘지시’ 기능보다는 ‘암시’ 기능을 통해 사물 자체의 배음을 증폭시키고자 하는, 사물성에 대한 천착에 근거하고 있다. 한편 탈현실적 순수주의는 원체험적 사건성에 대한 집착과 실존적 본질에 대한 탐구로 나아갔다. 김종삼의 탈현실주의는 개인적·민족적 체험의 현장성을 생략하고 순수 사건성만을 진술함으로써 보편적 인간 실존에 다가가고자 하는 것이었다. 전쟁과 낙원이라는 원체험을 드러내기 위한 시적 전략은 진술 기법으로 나타나는데, 그 진술의 태도에는 직접적인 현실의 맥락으로부터 벗어나 인간의 보편적 실존을 순수한 사건성으로 드러내려는 의도가 깔려 있다. 김종삼 시의 이중성은 60년대 모더니티로의 이행에 있어 양 극단적 지점을 내포한 독특한 위치를 형성하고 있다. 그의 언어적 순수주의를 극단화하면 사물성에 대한 천착이라는 지점에서 김춘수의 무의미시와 맞닿게 되고, 탈현실적 순수주의를 극단화하면 사건성(일상성)에 대한 천착이라는 지점에서 김수영의 반(反)속물주의와 맞닿게 된다. 그런 의미에서 김종삼 시의 이중성에 내재된 순수주의는 60년대 모더니티의 두 극단 사이에서 독특한 중간 지대를 형성하고 있다. 김종삼은 휴머니즘과 탈인간화라는 모더니티의 내용적·형식적 충동을 내면화화여 순수주의의 두 가지 시적 방법론을 모색함으로써, 김춘수와 김수영으로 이원화된 세계의 뿌리를 보여주었다고 할 수 있다. 물론 김종삼의 순수주의가 무기력한 자기폐쇄적 동화의 세계로 침잠했다는 한계는 인정하지 않을 수 없지만, 한국적 모더니티의 탐구에 있어 김종삼의 이중적 순수주의가 지닌 시문학사적 의의는 간과할 수 없을 것이다. A exploration of modernity in postwar generation was encouraged by the denial of a tradition and the acceptance of contemporaneity. It led to a formalism motive to be founded on ‘the dehumanization of art’ and an ontological motive to be founded on ‘the humanism of existentialism’. It is said that Kim, Jong-Sam was a poet who has kept two motives simultaneously. What makes two motives compatible in Jong-Sam’s poetry is a ‘Purism’, the one origin. A linguistic purism leads to an exploration of a thing-ness, and the meaninglessness of language. To sum up, the linguistic purism in Jong-Sam is the poetic methodology which leaves out an idea or a meaning in poems and places images themselves in juxtaposition. On the other hand, a derealistic purism leads to an exploration of an event-ness of a fundamental experience(Korea War and loss of home), and an existential essence. Jong-Sam’s derealism is an attempt to get close to a general humanistic existence by describing an event-ness itself, as leaving out an actuality of a personal, national experience. Thus a dereality of Jong -Sam’s poetry is not a disregard for and an escape from reality, but a methodological attempt to bring reality into poems, not falling into the philistinism or solipsism. A duality of Jong-Sam’s poetry achieves a distinctive position that involves two extremes, pure literature and engaged literature. On the one hand to extend his linguistic purism encounters Kim, Choun-Soo’s ‘a meaningless poetry’ in the exploration of thing-ness, on the other hand to extend his derealistic purism encounters Kim, Soo-Young’s ‘an anti-philistinism’ in the exploration of event-ness(dailiness). Therefore the purism involved in a duality of Jong-Sam’s poetry keeps a unique position between two extremes of 1960’s modernity. Jong-Sam discloses an origin of the poetic world which had gone to extremes into Kim, Choun-Soo and Kim, Soo-Young, by exploring two poetic methodologies of purism and internalizing form-content motive of modernity as dehumanization and humanism.

        • KCI등재

          능동적 독자에 대한 강조와 교과서 수록 현대시의 변화 양상 독자반응 이론의 수용 이후 문학 교과서를 중심으로

          오연경 ( Oh Younkyung ) 국제비교한국학회 2016 비교한국학 Comparative Korean Studies Vol.24 No.2

          문학교육의 패러다임이 텍스트 중심주의에서 독자 중심주의로 이동하면서 문학에 대한 개념적 이해보다는 문학 현상에 대한 실천적 참여를 강조하는 관점이 도입되기 시작했다. 문학 교육의 이러한 전환은 학습자의 활동을 강조하는 교수·학습 방법뿐 아니라 교과서에 수록된 시의 양상도 크게 변화시켰다. 그러나 능동적인 독자의 역할을 강조하면서 새롭게 조정된 교과서 시의 변화가 실제로 수용자의 삶과의 조응 및 능동적 대화를 지원하는 방향으로 이루어진 것인지는 보다 면밀하게 살펴볼 필요가 있다. 이에 본 논문은 독자 중심주의로의 전환 이후 문학교육의 목표 및 성격의 변화와 함께 새롭게 도입된 성취기준들을 검토하고, 그러한 변화된 기준에 따라 선정된 현대시 작품들의 구체적인 양상을 살펴보았다. 독자의 능동적인 활동과 태도를 견인하기 위한 문화론적 관점의 도입은 현재의 문학 작품의 유통 및 향유 현상에 관심을 갖고 주체적으로 문학 문화에 참여하도록 하는 방향이 아니라, 문학 작품을 일종의 가치론적 담론으로 주제화하고 그러한 주제의식을 내면화하도록 이끄는 방향으로 현실화되었다. 텍스트에 대한 독자의 능동적 참여라는 시 교육의 이상이 사실상 특정한 가치의 수용과 내면화로 굴절되면서, 최근 작품들의 수용을 통해 재구성된 현대시 정전은 오히려 독자에게 문화적 편식증을 심어 주는 방향으로 구성되었다고 볼 수 있다. 보통 교육이 대개 계몽의 이념과 연관된다고 할 때, 교육 정전의 구성은 학습자 자신의 요구보다는 학습자에게 요구되는 교육 이념으로 기울어지는 경향이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제7차 교육과정 이래 현대시 정전의 확대 및 다양화의 이면에는 학습자의 현대시 감상의 폭뿐만 아니라 `시`라는 개념 자체를 협소하게 만드는 계몽적 교육 이념이 작동하고 있다고 볼 수 있다. The paradigm of literary education has moved to the reader-centrism from the text-centrism. This transition of literary education have also changed significantly aspects of poems in textbooks, as well as aspects of teaching and learning methods. It is need to exam-ine closely, however, whether the canon system which has been reorganized from the course of accepting the reader-response theory, in practice, supports the correspondence and active dialogue with the readers. This study reviewed the achievement standards newly introduced with changes in the purposes and characteristics of literary education, and examined crit-ically specific aspects of modern poems newly selected according to such achievement standards. The cultural perspective in literary education, introduced to support subjective activities and attitudes of the reader, was not led to allow the reader to engage actively in literary culture, but to internalize the value theme in literary works. The idealism of poetry education, the reader`s engagement with poetry works, in fact, was turned into enlightening education to make the reader accept and internalize specific value theme in poems. As a result, the modern poetry canon reconstructed with the acceptance of recent poems should rather tend to instill cultural imbalances into the reader. The liberal education is usually associated with the Enlightenment, and construction of the educational canon tends to be inclined in the ideals of education required by the institution rather than their own requirements. It can be said that the modern poetry canon newly organized since 7th national curriculum, therefore, is under the enlightening ideals of literary education which make narrowly not only the appre-ciative activity of the lerner but also concept of `poetry` itself.

        • KCI등재

          정지용 산수시에서 자연과 정신의 감각적 매개 양상 - ‘차다’라는 신체 감각을 중심으로

          오연경 ( Oh Youn-kyung ) 한국문학이론과 비평학회 2010 한국문학이론과 비평 Vol.49 No.-

          Against a position that views nature in Jiyong's 'Mountain-Water poetry' as a mere landscape, this paper examines specific various modes in which sense intermediates between nature and spirit. On the basis of the comparative interpretation on Jiyong's three poems, "Breakfast", "Spring snow", and "Rain", this paper brings out the different modes in which nature is related to the spirit, according as the speaker keeps his distance from landscape. As a result of this analysis, it is explained that Jiyong's 'Mountain-Water poetry' accomplishes its spirituality with sense on the particular principle. In "Breakfast", "Spring snow", and "Rain", all three poems are based on the spring as the time and the mountain as the space. They show symbolically Jiyong's ‘性情論’ in that the 'water'(the sound of flowing water, spring snow, and rain in each) excites spirituality that intermediates between the nature and a human being. First, in "Breakfast" and "Spring snow", the coldness of water is a sense that intermediates between the nature and the speaker by clearing barriers between both. Jiyong would get from the coldness a mental intention to keep noble-mindedness in his heart in spite of sufferings. These poems take a strategy that accomplishes spirituality with speakers participation, so these have an unexpected direction to get the coldness from vitality of spring. On the contrary, "Rain" has an expected direction to shift from the coldness to the vitality of spring , because it takes a strategy that accomplishes spirituality in landscape for itself with projection of sense by hidden speaker. In this poem, vitality of spring shows activity of spirits by moving of water itself without intermediation of sense. In conclusion, Jiyong's 'Mountain-Water poetry' is a field that nature interacts with spirit in consensus by intermediation of sense. Jiyong turns toward spirit not from sense, but with sense. In the poetic world of Jiyong, Modernism and Spiritualism have the one origin in common which has grown up on the same ground of Sensualism.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