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50+ 세대의 문화예술교육 활동 제약 요인에 관한 탐색적 연구

          어성연,백선아,김인설,김혜리 학습자중심교과교육학회 2019 학습자중심교과교육연구 Vol.19 No.20

          The purpose of this exploratory study is to explore constraint variables in the field of arts and cultural education activities, and to provide future strategic suggestions which strengthening the cultural capacity among the 50+ generation. The results of perceived constraint variables, which were based on FGI and individual interviews, by passive participants and experts are as follow. The passive participants state absolute constraint variables (finance, time and health), shortage in number of available programs, accessibility, and voluntary nonparticipation as the constraint variables. The expert perceived absolute constraint variables(finance and time), and lack of opportunity in experienced previous exposure as constraint variables in arts and cultural education activities of 50+ generation. 본 연구의 목적은 50+ 세대의 문화예술교육 활동 참여를 저해하는 일상 속 제약 요인들을 심층적으로 탐색하는 것에 있다. 이를 위해 2018년 1월부터 2월까지 문화예술교육 활동의 ‘소극적 참여자' 및 ‘전문가(프로그램 운영자, 강사, 정책 전문가 등)' 집단을 섭외하여 초점집단면접(Focus Group Interview)과 반구조화된 개별 심층면담을 실시하였다. 그 결과, 50+ 세대의 문화예술교육 활동을 저해하는 요인에는 ‘낮은 접근성(시간, 재정, 건강문제)', ‘참여가능한 문화예술교육 활동 프로그램의 부족', ‘문화예술교육 관련 선행 경험의 결여' 등이 있는 것으로 파악되었다. 이는 문화예술교육 활동에 대한 50+ 세대의 시간적·지리적 접근성 확보, 현실적인 경제적 지원, 50+ 세대의 발달 및 생애주기 특성과 문화·예술적 요구를 반영한 맞춤형 교육 콘텐츠 개발, 다양한 홍보 및 소구 전략 구축에의 필요성을 시사한다.

        • KCI등재
        • KCI등재

          Who's at Risk of Digital Divide? : Analysis of a U.S.-Community Data

          어성연 한국실과교육연구학회 2008 實科敎育硏究 Vol.14 No.4

          As the e-government becomes a key concept in scholarly and policymaker dialogues about democratic government and public services, a new form of social inequality, digital divide appears.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first level digital divide. By employing the ordered logistic regression models, a representative community sample drawn from the Iowa Family Survey (n=4,002) was analyzed to identify the individuals who's at risk of digital divide. Effects of structural variables such as age, education and region and individual characteristics' variable such as perceived health and senior living alone status were significant in the models. However, the access to Internet did not differ by individual's income or gender in this study. This study suggested individuals at risk of digital divide such as the seniors living alone in non-metro areas or seniors who were less educated could be left behind in e-government and facing greater risk at the digital divide. Also, this study suggests that (a) it might be helpful to reduce the digital divide in the society if the Practical Art Education's curriculum includes contents regarding technical defusion by children into their parents or grandparents; and (b) computer classes or computer labs at school could be the critical resources for the children from the less advantaged families to gain their digital inclusion in the society.

        • KCI등재

          Quality of life:Another approach to curriculum development in practical arts education

          어성연 한국실과교육학회 2005 한국실과교육학회지 Vol.18 No.2

          본 연구의 목적은 초등 실과교육에서의 교육과정 개발을 위한 새로운 이론적 관점으로서“삶의 질”이라는 개념을 소개하고 이를 실과교육과정에 적용할 수 있는 가능성을 제시하기 위한 것이다. “삶의 질"은 개인의 주관적인 만족감 혹은 안녕감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이것은 반복적으로 이루어지는 일상생활에 대해 개인이 느끼는 인지적이며 총체적인 평가능력이다. 이러한 삶의 질은 가족, 일, 지역공동체 등의 세 가지 국면(domains)에서 나타나며, 이러한 국면들은 일상적인 다양한 사건들로부터 영향을 받을 뿐만 아니라 궁극적으로 삶 전체에 대한 총체적인 국면에 영향을 미치는 위계(hierarchy)를 형성하고 있다. 세 가지 국면에서의 삶의 질은 옆으로 흘러내려(horizontal spillover) 서로 간에 영향을 주기도 하지만 일상적인 사건들로부터 시작되어 위로 흘러넘치는(bottom-up spillover) 방향성을 갖는다. 본 연구에서는 실과교육의 학문적 특성 및 목적이 “삶의 질”의 개념과 잘 부합한다고 분석하였다. 이러한 관점에서 분석한 본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실과교육은 현재 한국 사회에 살고 있는 아동 및 가족을 지원해줄 수 있는 노력의 핵심적인 역할을 해야만 한다. 둘째, 실과교육의 문제점을 극복하고 교육의 질을 개선하기 위해서는 아동 및 가족이 느끼지 못하는 삶의 질에 대한 아래로부터의 접근방식(bottom-up approach)이 필요하다. 즉, 인간을 총체적인 시각에서 이해하고 일상적인 삶이 발생하는 맥락(context)을 지향하는 관점에서 아동과 가족의 주관적인 삶의 질을 조사할 필요가 있다. 셋째, 교과 내용의 선정 및 조직을 위해서는 질적인 연구방법을 통해 아동과 가족의 욕구를 찾아내어 총체적인 형태로 조직해야 할 필요성을 제기하였다. 본 연구에서 예시로 제시한 폭력적인 비디오 게임이 아동과 가족의 삶의 질에 어떻게 영향을 주는가의 문제는 실과교육의 통합적인 교육과정 구성 방법에 대한 하나의 대안적인 접근방식이 될 수 있을 것이다.

        • KCI등재
        • KCI등재

          The perceived occupational and clients' natures by the participants of the long-term care-services providers' education in Korea

          어성연,백선아,김은주 한국보건교육건강증진학회 2010 보건교육건강증진학회지 Vol.27 No.5

          Objectives: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perception of LTCP trainees' on their professional. To accomplish the purpose, the perceived occupational nature and perceived clients' nature among the participants in the LTCP education are examined with the predicting variables. Method: The participants of this study were composed of 320 people who have completed the long-term care provider certificate program. The participants were from 5 different long-term care provider licensing institution in the region of Gangdong-Gu, Seoul. Total of 320 self-administered questionnaires were distributed from June 2, 2008 to October 2, 2008 and 297 questionnaires were collected. Among them 283 surveys were analyzed. Results: In this model, active family support and recognition of task characteristics for the LTCP were the significantly predicting with beta of .187 and .507. The effect from active family support was remained significantly as model progressed. The magnitude of F-value and R-square value were significant. Conclusions: The results from this study will be helpful for the scholars who have investigated on the LTCP education program development as well as policy makers who have tried to supply dependable LTCP to the needy elderly and their families. In turn, the results from this study may empower constituents to make informed decisions about, and easily access, existing health and long-term care options.

        • KCI등재

          가족사례관리 중심 지역사회협의체 운영의 장애요인 및 발전 방안

          어성연,고선강 한국가족자원경영학회 2017 한국가족자원경영학회지 Vol.21 No.1

          The main purposes of this study are to appraise the family-centered case-management (FCCM) practices in terms of building the community networking efforts, and to propose the practical improvement suggestions to overcome the barriers in practicing the current Healthy Families Policy, FCCM. The blended methodology was employed by collecting the quantitative and qualitative data sets including an staff's on-line survey, in-depth interviews(site case studies), and FGIs. As results, the authors found, despite the building and maintaining functional community networks was the essential and critical condition for the FCCM policy deliveries, many staffs have faced hardships in FCCM practices such as building a new network or finding an available and apt network within their communities. The lack of previous experiences in case-management exaggerated the functional difficulties thus, the new staffs were more prone than the staffs with 2 or more years experiences to the misunderstanding about the missions and tasks related to FCCM. Authors suggested that various on-the-job-training should be provided to eliminate those obstacles to build and/or maintain the community network for FCCM. Also, it is necessary for the each institution's director or managers to understand the FCCM and its relation to community networking, and to support FCCM staff members.

        • KCI등재

          대학의 다문화 관련 과목에서 가족을 중심으로 한 교양과목을 통한 다문화 인식 변화

          어성연,양정혜 한국실과교육학회 2012 한국실과교육학회지 Vol.25 No.3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effects of the families in the cultural diversity elective course on the students' increasing cultural relevancy in a general university in Seoul. Based on the traditional experimental design, the pre-and post-perceptions on the cultural relevancy and ideologies were analyzed with the responses from the 67 students in the treatment group and 100 students in the comparison group. The results from this study showed that compared to the pre-perception means, the post-perception means were positively or agreeably improved/moved at the statistically significant levels among the treatment group whereas their counter parts were not in the comparison group. These results strongly evidenced the class' effects on the students in the treatment group; due to the educational experiences, students developed their cultural relevancy or gained cultural pluralism. In the analysis of treatment group, students reported that their cultural relevancy, knowledge, interests and paradigm has changed in the positive directions. In conclusions, we concluded that the class was very effective. Also authors of this study emphasized that it is important to provide students strong theoretical backgrounds, realistic PBL activities, and hands-on experiences in the class such as families in the cultural diversity course. 본 연구는 종합대학의 교양과정으로서 다문화가족관련 강의가 다문화가족에 대한 인식변화에 미친 영향과 인식변화에 영향을 미친 요인에 대한 분석을 실시하였다. 최근 다문화사회로의 변화가 급격하게 진행되면서 교,사대를 중심으로 교직소양을 위한 다문화 강좌가 많이 개설되고 있으나, 다문화 상황의 기저에 깔려있는 다문화 가족에 대한 이해를 다루는 내용이 부족하다. 다문화 가정과 공존하기 위해서는 그들의 결혼 및 가족 구조에 대한 내용을 통해 보다 심도 깊은 이해를 할 수 있는 교육내용이 필요하다고 할 수 있다. 본 연구는 다문화 가족에 대한 문화적 이해를 대학생이 가져야 할 문화적 역량이라고 보고, 대학생들이 다문화가족 관련 강의에서 어떠한 내용을 배우고 싶은지 요구도 조사를 실시한 선행연구를 바탕으로 프로그램을 구성하고 프로그램의 사전, 사후 조사를 통해 다문화 인식변화를 살펴보았다. 프로그램의 수행 결과 사전, 사후조사결과 처치 집단과 통제집단의 다문화에 대한 인식은 처치집단이 유의미하게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다문화 상황을 다룬 문제들을 토대로 수업을 구성한다면, 다문화 사회를 살아가는 사회인으로서 문화적 역량을 높이는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