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양양의 3.1만세 운동사 고찰 - 유림을 중심으로 -

          양언석 ( Yang Eeon-seok ) 강원대학교 강원문화연구소 2021 강원문화연구 Vol.44 No.-

          양양은 대표적인 유림(儒林) 고을로, 3.1만세운동의 성지(聖地)이다. 만세운동의 성지가 된 것은 오랜 역사와 문화에서 찾아 볼 수 있다. 역사적으로 고찰해 보면, 양양은 삼국시대 화랑들의 중심수련장이었고, 불교의 성지로 一心을 통해 역경을 극복하였던 공동체 의식에서 찾아볼 수 있다. 양양 만세운동은 우리나라 어느 지역보다도 그 규모가 크고 격렬하였고, 3.1만세운동의 정신을 보여준 진수였다. 종교와 신구세력의 이해와 관계 없이 군민이 하나 되어 새로운 역사를 만들었던 만세운동은 민족의 자긍심과 양양인의 정신이다. Yang-yang was a typical Confucian society, known as a sacred place of The March 1 Independence Movement, which can be found in history and culture. In a historical aspect, Yang-yang was a training center of the code of Silla Hwarangdo during the epoch of the three Kingdoms and a sacred place of Buddhism, one of whose philosophy is il-sim(一心), which encourages the sense of community, serving for overcoming hardship in the country. These kinds of cultural spirit affected Korean Independence Movement. The Independence Movement in Yang-yang was big and intense, showing the essence of The March 1 Independence Movement in Yang-yang. Without any clash between religion, old and new generations, that the united residents participated in The March 1 Independence Movement showed national pride and became the cornerstone of Yang-yang’s spirit.

        • 현산문화제의 문화적 접근고찰

          양언석(Yang On-seok) 아시아강원민속학회 2012 江原民俗學 Vol.26 No.-

          현산문화제는 양양의 대표적인 향토축제이다. 하지만 양양의 역사와 문화를 함축하는 축제명을 부여해야 한다. 현산이라는 축제명은 양양의 역사성와 전통성을 약화시킨다. 문화적 전통과 지역을 대표할만한 특성을 부각시켜야 한다. 오랜 역사와 담론을 갖고 있지만 양양의 문화에는 이야기가 없다. 미래는 이야기의 시대로, 이야기가 산업의 중심으로 자리하고 있다. 한 줄기의 감성적이고, 의미 있는 이야기가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거대한 힘으로 현산문화제를 이야기가 있는 축제로 강화해야 한다. 신으로 모시는 성황신의 정체와 담론부터 의미를 부여하고, 동해신묘의 위상을 정립해야 한다. 예부터 불교의 성지로 많은 고승과 화랑들의 순례지였고, 풍광이 아름다워 시인묵객들의 담론이 전해오고 있다. 조신과 범일선사의 담론, 의상과 원효의 담론, 도의선사와 일연선사의 담론, 영혈사와 낙산사의 담론, 김시습의 허균의 담론 등 너무나 많은 일화들이 전해오고 있지만 이야기를 부여하여 하지 못하고 있다. 양양에는 풍부하고 다양한 이야기가 전해 오고 있다. 이 담론은 생활 속에서 애정을 갖게 되고 상상력은 미래사회의 원동력이 된다. 축제를 통해 자부심을 가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 The Hyeon-San cultural festival is a regional festival in Yang-Yang. However, the official of Yang-Yang festival should have connotations of Yang-Yang"s history and culture. In this aspect, the name of Hyeon-San might dilute the quality of historicity and traditionality of Yang-Yang, which does not include the historical story on Yang-Yang"s culture even if it has a long history and spoken discourse. The official name of festival should give prominence to the typical of Yang-Yang"s traditional culture. Recently, the story is becoming an industrial hub. Therefore, the Hyeon-San festival has to be touchable festival with meaningful story. First, the Seonghwangshin enshrining a spirit tablet is needed to be identified and a new meaning is also imparted to the relative stories. In addition, the status of Donghaeshinmyo (Tomb) has to be reestablished. From ancient times, this was a scared place of pilgrimage for Buddhists, high priests, and Hwarangdo. These stories date back to ancient times, which has inherited from many writers and artists because of its beautiful scenery, including the stories of Choshin and Beomil, Eyisang and Wonhyo, Doeyisunsa and Ilyeonsunsa, Youngheolsa and Maksansa, Kim Siseub and Hurgeun. There are abundant and various stories in Yang-Yang. Those can be a driving force of our community. Therefore, the festival should serve as a momentum for having the regional pride.

        • 「調信傳」과 양양문화 고찰

          양언석(On-seok Yang) 아시아강원민속학회 2013 江原民俗學 Vol.27 No.-

          우리 민족은 꿈을 중시하는 민족이다. 그럼으로 꿈을 소재로 한 서사문학은 우리 문학사에서 하나의 흐름으로 나타난다. 환몽구조 작품인 「조신전」은 우리 소설사에서 최초의 작품으로 자리하고 있다. 「조신전」의 배경인 양양의 낙산사는 신라시대 불교의 聖地이고, 관세음보살의 상주처이다. 이 작품의 중심에 관세음보살이 자리하고 있다. 관세음보살은 인간의 근원적인 고통을 치유하고 모든 중생의 고통과 슬픔을 해결해주는 보살로, 이 작품의 주제와 관련 있다. 「조신전」은 불교의 인연에 의한 논리적인 인과성에 의해 불교사상을 함축하고 있지만 다른 소설과 달리 몽중세계에서 고통스러운 삶을 체험하게 하여 불교사상을 강화하고 있다. 작품 속에 구체적인 지명이 사실성을 암시하고 있다. 조신에게 관음보살은 욕망의 구원자이면서 원망의 대상으로 서술하고 있다. 「조신전」은 唐代 「침중기」의 영향관계를 찾아볼 수 있고, 후대 조선조 환몽구조 소설에 영향을 주었다. 이 작품은 남녀 간의 애정문제를 통해 사회적 모순과 사회상을 반영하고 있다. 이 작품은 꿈 형식을 통해 탐색한 것은 불교사상을 지향하면서도 민중의식을 서술하고 있다. 이 작품은 불교사회의 영향으로 깨달음을 주기 위한 서술법이다. Dream has been considered as one of the important subjects on life. The descriptive literature covering dream takes an important part in the national history of literature. Chosinjeon is known as the first literary work covering empty dream. The Nakksansa located in Yangyang, the background of novel Chosinjeon, was the Holy Land of Buddhism in the Shilla dynasty and also the residence for the Buddhist Goddess of Mercy, which was the main part in this novel. The main subject in the Chosinjeon was that the Buddhist Goddess of Mercy could cure the human suffering and sadness. The Chosinjeon implied casuality relations through Buddhism. However, unlike other novels, the Buddhism was strengthened by experiencing the suffering in dream. The reality was implied by the name of the place in this novel. The Buddhist Goddess of Mercy was the saver for desire and the target for resentment. The Chosinjeon helps to understand the ause and effect relationship in the recession time influenced the descriptive literary works covering dream in the Chosun dynasty. This reflected the social contradiction through love affections. The Chosinjeon based on the dream described the public consciousness by supporting the Buddhism. This includes the description method for finding enlightenment in the Buddhism society.

        • 蛟山의 佛敎觀 考察

          양언석(Yang, Eon-seok) 아시아강원민속학회 2018 江原民俗學 Vol.30 No.-

          본 연구는 교산 허균의 문학과 사상적 경향을 탐색하여 불교관 고찰을 목적으로 한다. 연구방법은 허균전서 중 『성소부부고』에 수록된 불교관련 한시를 분류하여 분석하였다. 교산은 조선조 대표적인 문인이며 사상가로 조선조 사상사의 흐름을 주도하였다. 중국의 다양한 서적을 접하면서 당시 이단시하던 양명학, 서학 그리고 불서 등에 관심을 갖고 지평을 넓혀왔다. 당쟁시대의 중심가문에서 성장하며 경박한 행동으로 인해 비난의 대상이 되었고, 가문의 영향으로 자연스럽게 스님들과 교류하면서 불경을 탐독하였고, 그로 인해 불도로 인식되어 환로에서 유배와 파직을 거듭하면서 힘든 삶을 살았다. 자신의 문장력과 사상의 지평확대를 위해 불서를 읽으면서 점차 그 세계를 탐닉하게 되었다. 선비들의 극단적인 비난 속에서 불가의 스님들과 교류하였고, 불가사상을 수용하면서 새로운 변화를 추구하였다. 역적의 죄로 희생되어 부정적으로 인식되었지만 조선조 후기 사상사를 주도한 교산의 불교사상은 후대 문학에 영향을 주어 지평을 확대 하였다. Gyosan Heo Gyun, a writer and theorist, led the cultural and literal context. He learned the Chinese literature books and then got more interested in the doctrins of Wang Yangming, Western learning, and Buddhist literature, which were considered to be a cult. He was accused of his frivolous conduct while growing up in the noble family in the period of political party strife and also avidly read the Buddhist literature that was influenced by Buddhist monks, and so he went through an ordeal. Because he was considered as Buddhist, he experienced banishment and discharge at the late of his lifetime. He was pleased whenever he read the Buddhist literature. Despite the criticisms, he received the Buddhism and pursued new changes. He insisted his own thought in the discrepancy between ideal and reality and became a sacrificial victim. Although he led the cultural and literal context at the late of Chosun dynasty, he was criticised. However, his Buddhism would be highly appreciated.

        • 강원도의 金石文 考察

          양언석(Yang, Eon-seok) 아시아강원민속학회 2019 江原民俗學 Vol.31 No.-

          양양은 오랜 역사와 문화를 간직한 고을로 기록에 의하면 많은 금표가 존재했음을 알 수 있다. 특히, 소나무를 보호하기 위한 황장금표는 양양의 생활사와 역사를 알 수 있는 소중한 자료이다. 역사적으로 양양의 소나무는 국가에서 관리하며 조선왕조에서도 중시하였다. 양양의 황장금표는 현재 조사에 의하면 4개가 전해오고 있다. 최근에 발견된 교계와 표교는 다른 지역에서 발견된 적이 없는 표지석으로 의미 있다. 이 표지석을 고찰해 보면 경계와 관련된 것으로 황장금표와 관계 있음을 추정해 볼 수 있다. 앞으로 양양의 금표와 관련된 연구가 심도 있게 이루어지기를 기대해 본다. Yangyang has a long history and culture, including many prohibition signs. For example, the Golden prohibition sign is precious relic, reflecting regional life style and history. The Golden prohibition sign was established to protect pine trees and maintained under national supervision in the Joseon Dynasty. There are four different types of the Golden Prohibition Signs. Recently, meaningful and unique landmark stones, known as “Gyogae” and “Pyogyo”, has been discovered in Yangyang. These landmark stones as a boundary mark might be highly related to the Golden Prohibition Sign. Further investigation is needed to understand the Prohibition Sign in Yangyang.

        • KCI등재
        • 漢詩에 나타난 風景考察

          양언석(Yang, On-seok) 아시아강원민속학회 2010 江原民俗學 Vol.24 No.-

          양양 사람들은 전통적으로 자연을 사랑하며 풍요로운 삶을 살았다. 그리고 문학을 숭상하고 즐겁게 생활하였다. 양양인들은 선사시대부터 동해안을 중심으로 생활하였다. 신라시대의 양양은 동해안의 교통과군사적 중심지로 국가적으로 중요한 접경지역이고, 국가적 관심지역이다. 낙산사는 한국불교의 성지로, 관음신앙의 중심으로 의상, 원효, 도의, 범일 등은 이 지역에 사찰을 건립하여 불교문화의 전파에 노력하였다. 신라의 고승과 화랑도의 순례지였고, 고려시대와 조선조의 최고 문인과 소객(羅客)들이 탐방하여 자신들의 아름다운 마음을 표현하였다. 이처럼 조상들은 풍광이 아름다운 곳을 찾아 자신들의 심회를 한시로 표현하였다. 양양은 고대 사회부터 아름다운 풍광으로 많은 문인들의 사랑을 받았다. 신라시대에는 불교의 성지로 많은 고승과 화랑들의 순례지로 선인들의 자취가 남아있고, 고려시대 기록에 의하면 국가에서 관리하는 사찰로 지정되어 이름 있는 스님들과 안축, 이규보, 임춘 같은 최고의 문인들이 이곳을 찾아 표현한 아름다운 시가 양양의 문화이고, 역사가 되었다. 조선조에는 관음성지인 낙산사를 찾아 관음신앙을 체험하고 싶어 하였고, 그리고 관동지방을 유람하며 양양과 낙산사를 찾아 아름다운 풍광에 동화되어 아름다운 한시를 남겼다. 최고의 문인이었던 허균, 김시습, 이식, 남효온, 양사언, 사명당, 김창흡 등 당대 최고의 문인과 학자들이 찾았고, 그 자취가 한시와 함께 전하고 있다. People in living in Yangyan have fully enjoyed their life in the enriched nature and fueled by a lifelong love of literature. Yangyang residents have settled down around the east coast from prehistoric time. During the Silla era, Yangyang was the national strategic place in which was located in the regional border, as the hub of transportation and military. Nahk-sahn-sah is well know as a holy place of Buddism in Korea and a center of the Merciful creed. Many Buddist priests including Euisang, Wonhyo, Doei, Beomil built temples for the propagation of Buddhist literature. These temples became the place of pilgrimage for priests of high virtue and elite youth crops of Silla (Hwarangdo). During the Korea Dynasty and the ]oseon Dynasty, many literati and wandering verseman dropped by to write their mind and scenery into an essay. Yangyang has been attracted by many literati because of its beautiful scenery from ancient times. Yangyang has still remained as the place of pilgrimage for priests of high virtue and Hwarangdo since the Silla era. At this time, there were many national assigned temples, well-known Buddhists, and famous writers such as Ahn Chuk, Lee Gyubo, and Lim Chun, which became literature and historic relics in Yangyang. During the]oseon Dynasty, Yang was the place where many people could experience the Merciful creed. Many people also visited Nahk-sahn-sah to see beautiful scenery and write Chinese poems. The famous literati (Hur Geun, Kim Si-Seup, Lee Sik, Nahm Hyo-on, Sah myeong-Dang, and Kim Chang-heup) visited and left many Chinese poems.

        • KCI등재
        • KCI등재

        연관 검색어 추천

        활용도 높은 자료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