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일본 위성방송의 시청에 따른 문화적 영향

          양기석 東亞大學校 大學院 1994 大學院論文集 Vol.19 No.-

          This paper attempts to evaluate the cultural imperialism thesis that exposure to Japanese DBS TV among Korean viewers is instrumental in introducing "low-taste" Japanese popular culture in Korea. The main argument of the thesis is that the broadcast spillover undermines Korean cultural sovreignty by introducing "pornographic, violent, and low-taste materials" to Korean homes without any prior screening, that it has become a vehicle of advertising messages for Japanese products and services, and that it diffuses Japanese value systems and life styles among Koreans, especially teenagers. To assess these questions the investigator conducted a content analysis of TV programs of NHK's two DBS channels (7 and 11). This part deals with the question : what kinds of materials are made available to Korean viewers ? The investigator then conducted a sample survey of DBS viewers : what kinds of programs do they mostly pay arrention to. It has been found that NHK's programming quality is relatively "high-culture," that the most favored contents are international news(Chan 7), sports(Channel 7) and movies(Channel 11), that the primary motive for watching Japanese TV is to learn Japanese, acquire more international news, and enjoy sports and movie programs. Thus, the cultural imperialism argument seems to be weak in speculating about the impact of Japanese DBS on Korean culture. The author suggests that these new media, in fact, function as a "window" for more international news, as a "stadium" for worldwide sports games, and as a "theater" for a wide variety of movies. The lack of corresponding programming materials in Korea now is what drives these viewers to turn to Japanese DBS. The author concludes that, despite some possible negative implications (i.e., participation by advertisng-based, non-scrambled, commerical TV in the future), the NHK DBS serves as a supplementary programming source for the Korean audience.

        • 기업용 검색엔진 솔루션 시장분석

          양기석,Yang, Gi-Seok 한국데이터베이스진흥원 2006 디지털콘텐츠 Vol.7 No.-

          일반적으로 검색엔진이라고하면 웹 포털이 불특정 다수를 대상으로 한 검색 서비스를 지칭하지만, 일반 기업이나 공공기관이 자사의 다양한 콘텐츠를 관리하기 위한 수단으로써 활용하는 경우가 있다. 바로 기업용 검색엔진(이하 검색엔진)이다. 지난해 국내 검색엔진 시장은 라이선스 기준으로 200억원 내외였다. 국내SW산업의 시장규모가 2조원을 훌쩍 넘기는 현실을 감안하면 보잘것 없는 수치이지만 검색엔진의 IT 인프라적성격을 이해하면 얘기는 달라진다. 폭발적으로 늘어나는 데이터에서 필요한 정보를 습득하기위해서는 검색엔진이 필수적이기때문. ‘작지만 큰 시장’인 국내검색엔진시장을 분석했다.

        • 선진국선 천문학적 부가가치 창출 입증

          양기석,이혜성,Yang, Gi-Seok,Lee, Hye-Seong 한국데이터베이스진흥원 2006 디지털콘텐츠 Vol.10 No.-

          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한국데이터베이스진흥센터(이하 한국DB진흥센터)가 주관한 공공정보 유통 지원 사업 세미나가 '공공정보를 활용한 정보서비스 시장 활성화 전략'이라는 주제로 지난달 13일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실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공공정보의 상업적 활용에 대한 타당성 측면에 초점을 맞췄던 기존 세미나에서 한 발 더 나아가 보다 효율적인 유통체계를 마련하기 위한 실질적인 구현 방안에 무게중심을 두었다는 점에서 주목을 받았다.

        • 제8회 디지털도서관컨퍼런스

          양기석,Yang, Gi-Seok 한국데이터베이스진흥원 2005 디지털콘텐츠 Vol.12 No.-

          한국데이터베이스진흥센터·한국도서관협회·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이 공동주최한 제8회 디지털도서관컨퍼런스(DLC)가 지난달 22일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됐다. 이번 컨퍼런스는‘ 유비쿼터스 라이브러리와 도서관의 미래’라는 주제로 도서관 및 관련업계 관계자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 X인터넷 시장동향

          양기석,Yang, Gi-Seok 한국데이터베이스진흥원 2006 디지털콘텐츠 Vol.9 No.-

          현재국내X인터넷시장에서는국내업체들의선전이지속되고있는가운데외국계기업들의시장참여로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 치열한 경쟁을 말해주듯 국내 X인터넷시장은 지난해 100억원대(라이선스 기준)의 시장규모를시작으로올해에는최소200억원대를돌파할것이라는것이업계의판단이다. 시장참여업체들의급격한증가에따른가격덤핑등이시장확장의걸림돌이되고있지만최소비용으로최대효과를얻을수 있는X인터넷의상승세는꺾지못할것이라는것이시장의전반적분위기다.

        • DRM 입체분석

          양기석,Yang, Gi-Seok 한국데이터베이스진흥원 2006 디지털콘텐츠 Vol.2 No.-

          직장인들의 연말정산시 인터넷을 통해서 관련 자료를 다운로드 받고자할 때 일종의 보안프로그램이 작동한다. 바로 DRM(Digital Rights Management)이다. DRM은 각종 문서 등 콘텐츠의 생성부터 관리, 유통까지를 통괄적으로 지원하는 보안 솔루션. 그간에는 주로 공공기관과 일반기업들을 중심으로 시장이 확대되어 왔으나 최근 들어서는 일반인들에게도 매우 친숙한 SW가 돼 가면서 관심도 크게 높아지고 있다. DRM시장 및 최신 기술동향에 대해서 살펴봤다.

        • Dicon Content Line

          양기석,이혜성,Yang, Gi-Seok,Lee, Hye-Seong 한국데이터베이스진흥원 2006 디지털콘텐츠 Vol.1 No.-

          정보통신부가 후원하고 한국데이터베이스진흥센터가 주관한 '공공정보 활용 촉진에 관한 법률(안)(이하 공공정보 활용 촉진법)제정을 위한 공청회가 지난달 23일 프레스센터에서 열렸다. 이미EU, 미국 등 선진각국에서 공공정보의 재이용에 관한 법제화가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마련된 이번 공청회에서는 정보서비스 관련 사업자,시민단체,대학교수 등 사회 각계의 전문가들이 패널로 참여해 공공정보 활용 촉진 필요성과 향후 법률 제정 방향에 대한 심도 있는 토론을 펼쳤다. 특히 패널들은 공공정보 활용의 취지에 대해서는 일치된 견해를 보인 반면 법률(안)에서 담고 있는 민간사업자의 의무 권리부문등 각론에 들어가서는 이견을 보이기도 했다.

        • 국내과학기술정보유통 확립한 조영화

          양기석,Yang, Gi-Seok 한국데이터베이스진흥원 2006 디지털콘텐츠 Vol.9 No.-

          지난2001년출범한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은현재국내외적으로가장주목받는과학기술정보유통분야의연구기관이다. 출범1년만에공공기술분야의정부출연기관중경영성과1위에오른것을비롯해 과학기술정보유통분야의선진국이라고자부하는일본에서도이기관이구축한시스템을벤치마킹하기도했다. 불과5년이라는짧은기간에정상에올라설수있었던것은KISTI 구성원들의열정과노력이있었기때문. 그런데 KISTI 에서는 유독‘ 독종’, ‘ 불도저’등으로 불리는 인물이 있다. 주인공은 지난달 퇴임한 조영화 전KISTI 원장이다. 업무추진력이뛰어나고, 일단시작한일은반드시마무리를해야하는성격탓에붙은별명. ‘ 용장밑에약졸없다’는고사는조전원장과KISTI 직원들에게딱어울리는말이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