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펼치기
        • 등재정보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펼치기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고연령 가구의 연령대별 주택수요 특성 분석

        안선영,조주현 한국부동산연구원 2015 부동산연구 Vol.25 No.4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The main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housing demand characteristics of older households using housing demand function. For this purpose we classify older households as those persons over 55 years of age, and break this group down further into 3 sub-groups (55-64, 65-74, and 75 years and older). Employing 2010 Korea Housing Survey data, the two-stage Heckit model was estimated and the marginal effects and elasticity of the major explanatory variables are additionally calculated. Estimation results show that the 55-64 and 65-74 household categories show a tendency to reduce their housing size, while the overall probability of home ownership in general, decreases for the 75 years and over household category. 본 연구는 고연령 가구의 주택수요 특성을 분석하기 위하여 2단계 Heckit 모형을 이용하여 주택수요함수를 추정하였다. 고령화 현상으로 인해 고연령 가구 수가 급속히 증가하고 기대수명 연장으로 인해 초고령층까지 연령층이 두터워짐에 따라 고연령 가구의 주택수요는 지속적으로 확대되고 다양해지고 있다. 따라서 고연령 가구를 기존의 연구들처럼 하나의 집단으로 보지 않고, 55세 부터 65세 미만까지는 은퇴기인 장년가구, 65세 이상부터 75세 미만까지는 전기노인 가구, 그리고 75세 이상의 후기노인가구로 구분하여 분석하였다. 연구결과, 자가가구의 경우 은퇴기인 장년기에 주택규모를 축소하고 비교적 늦은 시기인 후기 노인기에 임차확률이 높아지는 것으로 확인 되었다. 또한 임차가구의 경우 장년기에는 주택규모의 변동이 거의 없는 반면 전기노인가구부터 소득대비 임대료 부담이 높아지면서 주택규모의 감소가 시작되고 후기 노인기에는 감소량이 둔화되지만 임대료 증가 시 주택규모 축소는 불가피한 것으로 보인다. 즉, 주택소유는 가능한 유지하면서 비교적 이른 시기인 장년기부터 주택규모를 축소하는 것으로 소비조정이 이루어지는데, 이는 주택소유 의지가 강한 우리나라 고연령 가구의 특성을 반영하며, 대신 주택규모를 축소함으로써 부족한 소비를 충당하거나 여유자금을 활용하여 노후를 준비하는 것으로 보인다. 따라서 주택소유를 유지하면서도 노후의 생활자금을 융통할 수 있도록 현재 시행중인 주택연금 상품을 다양화 및 활성화하도록 한다. 또한 75세 이상의 저소득 가구를 위해 임대료 부담을 완화하고 공공임대주택 입주자 선정 시 추가적인 가산점 및 우선순위를 부여하는 등의 정책적인 배려가 요구된다.

      • KCI등재후보

        장기공공임대주택 유형별 편익배분에 관한 연구 - 영구임대, 50년 공공임대(재개발임대), 국민임대주택을 중심으로 -

        안선영,조주현 건국대학교 부동산도시연구원 2015 부동산 도시연구 Vol.7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In this paper, we estimate tenant benefits of three public housing programs in Korea: Permanent Public Rental Housing, 50-Year Public Rental Housing, and National Public Rnetal Housing. We also examine distributional aspects of the benefits by household characteristics and regions. Tenant benefits are estimated using Hicksian equivalent variation of consumer surplus derived from a Stone-Geary utility function. Estimation results show that consumption efficiency measured by the ratio of the tenant benefits to implicit subsidy is 0.73∼0.83, the value of which is similar to that of the U.S. public housing programs. The distribution of the tenant benefits is found to be inequitable in terms of income except Permanent Public Rental Housing program. Moreover, regional equity is not well achieved for all three public housing programs. Tenants who live in Seoul get much more benefits than those who live in the other regions. 본 연구는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장기공공임대주택인 영구임대주택, 50년공공임대주택(재개발임대주택), 그리고 국민임대주택 프로그램의 소비 효율성 및 편익배분의 형평성을 평가하기 위해 전국을 범위로 조사된 ‘2011임차가구주거실태조사’의 원자료를 이용해 Stone-Geary효용함수를 가정하여 입주자 편익 및 편익배분을 실증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소비의 효율성은 0.73∼0.83으로 비교적 높게 유지되고 있으며 그 중에서도 최저소득층을 정책대상으로 하여 정부의 지원액이 가장 큰 영구임대주택 프로그램이 다른 임대주택에 비해 소비효율성이 가장 높게 나타났다. 입주자 편익의 배분 분석결과를 보면 영구임대주택의 경우 과거의 선행연구와는 달리 소득에 따라 편익이 증가하는 소득의 역진성이 해소된 것으로 보이며 다른 공공임대주택 프로그램은 여전히 소득의 증가에 따라 편익도 증가하는 결과를 보였다. 이는 프로그램별 입주자의 소득분포별 거주비율에서 그 원인을 찾아볼 수 있다. 영구임대주택의 경우 89%의 거주자가 정책대상계층인 소득 1분위 계층이고 부적격자 비율이 과거 2002년 현재 41.4%에서 2011년 현재 12%로 큰 폭으로 감소했으며, 더불어 입주자 자격상실 후 재계약시, 30%씩의 할증 임대료가 부과된 것이 편익배분 개선에 추가적인 영향을 미친 것으로 판단된다. 반면 다른 프로그램의 경우 정책대상계층이 폭넓은 이유로 입주자가 소득 1분위에서 5분위까지 고루 분포하고 있다. 국민임대주택의 경우 규모별로 계수를 적용하여 임대료를 차등부과 하고는 있지만 소득의 역진성을 해소하기엔 역부족인 것으로 보인다. 또한 50년공공임대주택(재개발임대주택)은 입주자 자격기준에 소득제한이 없으며 임대료산정 방법도 소득과 연동되어 있지 않아 소득에 따라 편익이 증가하는 현상을 보이는 것으로 판단된다. 한편, 지역에 따른 편익의 차이는 서울지역 입주자들의 편익이 다른 지역의 입주자들의 편익보다 월등히 높았으며 주거취약계층인 65세 이상의 노인가구의 경우 다른 요인들을 통제하고도 젊은 가구보다 편익이 낮게 추정되었다. 이러한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서는 정책대상계층을 명확히 설정하여 입주자 자격 기준을 세우고 임대료산정과정에 있어서 입주자의 소득 및 지역 그리고 주거취약계층을 고려하는 구체적인 기준이 마련되어야 할 것이다.

      • KCI등재후보

        한국어 문법 및 어휘 습득에서 이해 가능한 출력의 출력 양상별 효과

        안선영,김영규 고려대학교 언어정보연구소 2017 언어정보 Vol.25 No.-

        This study aimed to address the following questions: (1) whether participating in both output and input activities promotes learning Korean grammar and vocabulary more effectively than receiving input only; (2) whether the effects of comprehensible output on learning Korean grammar and vocabulary vary in accordance with oral and written output modes; and (3) whether the linguistic aspects that second language learners focus on are different when they are speaking versus when they are writing. Twenty Korean as a second language adult learners participated in the experiment. Only the experimental group (n = 10) performed dictogloss tasks that required producing spoken and written outputs while the control (n = 10) did not. A follow-up recall questionnaire was given to the experimental group in order to investigate their conscious focus according to the output mode. The results revealed that producing output activity contributed to learning grammar and vocabulary, but there was no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the effects of oral and written output. Also, the result of the recall questionnaire showed that learners focused more on syntactic processing than on semantic processing when they produced output regardless of its mode. The findings of this study suggest that producing comprehensible output facilitates acquiring target language form by inducing learners to focus on syntactic analysis beyond semantic analysis and that the effect of comprehensible output should be identical both in producing oral and written language.

      • KCI등재

        임상 미생물 검사실 업무 효율 증대를 위한 협진 활용 분석

        안선영,김현수,성지연,김명숙,용동은,이경원 대한진단검사의학회 2016 Laboratory Medicine Online Vol.6 No.4

        Background: Since the concept of ‘minimal identification of poor quality specimens or microbes with low pathogen potential’ has been introduced into the standard operating procedure (SOP) to enhance work efficiency, consultations are requested for further species identification and antimicrobial susceptibility testing. The aim of this study was to evaluate the impact of consultations requests to the clinical microbiology laboratory on its work efficiency. Methods: From January 2013 to April 2015, consultation requests to the laboratory in a tertiary-care hospital were collected from electronic medical records. The characteristics of consultations and changes to workflow due to the laboratory SOP amendment were analyzed. Turnaround time of the consultation and specimen culture were evaluated as an indicator of workflow efficiency. Results: A total of 971 consultations were evaluated during the study period. The most common purposes for consultations were microbe species identification and antimicrobial susceptibility tests. Among the minimal identification reports, the proportions of consultations were below 5%. The number of consultations had increased substantially. However, the turnaround time of consultation and specimen culture showed declining trends. Conclusions: With the introduction of the consultation system, the workload for species identification and antimicrobial susceptibility testing of colonizing microbes could be minimized. This research provides an example of work efficiency management for laboratory procedures based on an SOP amendment. 배경: 면역 저하에 의한 기회 감염이 늘어나고, 균주의 내성이 널리 퍼지면서, 균의 신속한 동정 및 정확한 항균제 감수성 검사 등 임상 미생물 검사실의 역할이 예전보다 더 대두되고 있다. 이에 따라 검사실 업무량이 증가하였고, 본 검사실에서는 간략 동정을 업무 지침에 반영하였다. 현재 세부 동정과 추가 항균제 검사는 협진을 통해 이루어진다. 본 연구에서는 임상 미생물 검사실로 의뢰된 협진 분석 및 검사실 지침 변경을 통한 업무의 효율성 증대에 대하여 후향적으로 고찰하였다. 방법: 2012년도 1월부터 2015년도 4월까지 한 대학 병원의 진단검사의학과 임상 미생물 검사실에 의뢰된 협진 자료를 수집하였다. 협진의 특성 및 검사실 업무 지침 변경에 따른 업무 효율의 변화를 해석하였다. 업무의 효율성을 평가하기 위해, 협진 및 미생물 배양검사 회신 시간을 분석하였다. 결과: 연구 기간 동안 의뢰된 총 협진 건수는 971건이었다. 남녀 비율은 각각 56.4%, 43.6%였으며 평균 연령은 54.9세였다. 협진 의뢰는 감염 질환군을 가진 내과 환자에서 의뢰되는 경우가 가장 많았다. 주된 협진 의뢰 목적은 세부 동정과 추가 항균제 감수성 검사 의뢰였다. 협진 건수는 꾸준히 증가하였고, 협진과 미생물 배양 검사 회신 시간은 대체적으로 감소 추세를 보였다. 결론: 업무 지침 변경과 협진 활용을 통하여, 임상 미생물 검사실의 미생물 동정 및 항균제 감수성 검사와 관련한 업무 효율을 높일 수 있음이 본 연구에서 확인되었다. 본 연구는 업무 지침 변경을 기반으로 한 미생물 검사실 업무 효율화를 위한 기초 자료가 될 수 있을 것이다.

      • KCI등재

        최근 4년간 한 대학병원에서 분리된 Carbapenemase 생성 Enterobacteriaceae의 분자 역학과 특성 분석

        안선영,성지연,김현수,김명숙,황연지,종소리,서영희,하은진,박은숙,최준용,용동은,이경원 대한임상미생물학회 2016 Annals of clinical microbiology Vol.19 No.2

        Background: Carbapenemase-producing Enterobacteriaceae (CPE) has been increasingly reported worldwide in the past 10 years, which is an important infection control concern. Since the epidemiology and characteristics of these CPEs vary according to institutes, we aimed to characterize CPEs in a university hospital during the recent 4 years. Methods: From October 2011 to September 2015, CPE isolates from clinical specimens and hospital surveillance cultures were collected. Carbapenem resistance was confirmed by disk diffusion method and Minimal Inhibitory Concentration (MIC) was determined by agar dilution method. Carbapenemase production was tested by double disk test using aminophenylboronic acid and dipicolic acid. PCR and sequence analysis were performed to detect blaKPC, blaIMP-1, blaVIM-2, blaNDM-1-like genes and blaOXA-48 gene. Pulsed-field gel electrophoresis (PFGE) and Multilocus sequence typing (MLST) were conducted for KPCproducing Klebsiella pneumoniae isolates. Results: Twenty-five isolates (11%) of CPE were identified among 222 carbapenem-resistant Enterobacteriacae isolates during the study period. The most prevalent CPE was KPC-producing K. pneumonia and others were IMP-1, VIM-2, NDM-1 type and OXA-48 producing CPEs. Most of these CPEs showed resistance to carbapenems with variable MICs. The sequence types (STs) of KPC-producing K. pneumoniae were ST307 and ST11. The PFGE of ST11 and ST307 showed clonality in each group suggesting the possibility of in-hospital outbreak. Conclusion: The prevalence of CPE has been increasing. In our institute, KPC-producing K. pneumoniae was the most frequently isolated CPE in the recent 4 years. CPE including KPC producers can easily transfer their resistance. Therefore continuous monitoring and more intensified infection control for CPE should be considered. 배경: Carbapenemase 생성 장내세균속(carbapenemase-producing Enterobacteriaceae, CPE)에 의한 감염증은 최근 10년간 전세계적으로 증가하였으며, 이러한 내성균에 의한 감염은 예후가 좋지 않고 전파 위험이 있어 감염 관리의 중요한 사안이되었다. CPE의 역학과 특성은 기관마다 다를 수 있기에 본 연구에서는 한 대학병원에서 최근 4년간 분리 동정된 CPE의분자역학 특성을 분석하였다. 방법: 2011년 10월부터 2015년 9월까지 세브란스병원의 임상 및 감시 배양 검체에서 분리된 CPE의 임상적 특성 및 항균제 감수성 결과를 분석하였다. Klebsiella pneumoniae carbapenemase (KPC) 생성 Klebsiella pneumoniae는 pulsed-field gel electrophoresis (PFGE)와 multilocus sequence typing (MLST)를 추가로 시행하였다. 결과: 연구기간 동안 carbapenem 내성 장내세균속은 총 222주가 분리되었고, 그 중 CPE는 25주(11%)였다. 가장 많은 수를 차지한 것은 KPC 생성 K. pneumonia였는데 2015년에 14주가 집중하여 분리되었고, 그 외 IMP-1형, VIM-2형, NDM-1 형, OXA-48형 CPE가 확인되었다. CPE의 carbapenem 최소억제농도(minimal inhibitory concentration, MIC)는 다양하였다. KPC 생성 K. pneumoniae는 ST307과 ST11이었고, PFGE에서는 시기별로 특정 clone의 outbreak를 시사하였다. 결론: 최근 4년간 본 기관에서 CPE 발생은 증가하였고, 가장 많은 균주는 KPC 생성 K. pneumoniae이었다. Carbapenem 내성 확산을 방지하기 위하여 CPE에 대한 지속적인 감시와 강화된 감염 관리가 필요하다.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