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원문제공처
          펼치기
        • 등재정보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 KCI등재후보

        『2666』에서 「범죄에 관하여」의 기능과 의미

        송병선 ( Byeong Sun Song ) 고려대학교 스페인·라틴아메리카연구소 2013 스페인라틴아메리카연구 Vol.6 No.1

        2666 is the ambitious literary testament of Roberto Bolano which focuses on Santa Teresa, the fictionalized Ciudad Juarez. The mysterious killings, based on a real-life serial crimes that broke out in Ciudad Juarez in the nineties, become the center of 2666. This supernovel consists of five parts, each with autonomous life and form. This article studies not only the form and the meaning of “The Part of the Crimes”, the fourth part which is the figuratively and literally heart of the novel, but also its relation with another four Parts of the novel. “The Part of the Crimes” details in forensic style the deaths or the discovery of the corpses of the 108 women murdered in Santa Teresa and the surrounding area in the period between January 1993 and December 1997.Most of them were raped and tortured and then tossed aside like so much garbage. In this novel, a woman reporter comments on this femicide: No one pays attention to these killings, but the secret of the world is hidden in them. To reveal this secret, this article attempts to explain the use of the documentary style and the meaning of terrific fugue-like sequences and damning repetitions. The semantic relation of this part with the epigraph and mysterious title will be carried out as a final step for the revelation of the apocalyptical sense of this novel.

      • KCI등재

        후안 프란시스코 만사노의 『자서전』읽기: 쿠바 반노예주의 지식인과의 권력 관계를 중심으로

        송병선 ( Byeong Sun Song ) 고려대학교 스페인·라틴아메리카연구소 2014 스페인라틴아메리카연구 Vol.7 No.1

        Autobiography of Juan Francisco Manzano, a foundational piece in both the Afro-Hispanic and Cuban narrative, is probably the text which played the key role for the antislavery intellectuals who gathered around the liberal and reformist writer, Domingo del Monte. This work which treats the Manzano`s miserable life as slave was written in Cuba in 1835 by the request of Del Monte in order to promote the cause of abolition to the world outside Cuba. But the Manzano`s original version was corrected by a member of Del Monte`s circle, Anselmo Suarez y Romero and translated with some alterations into English by Richard Madden, which means that Manzano`s Autobiography was manipulated. Such interventions show a kind of rejection to the intellectual slave who can be localized between master and slave. Based on this account, this article attempts to reveal the signification of the mediation and the interstice to illuminate the power relation which affects the black slave intellectual.

      • KCI등재

        독재 이후 사회에서 연극의 역할과 진실표현의 관계 : 아리엘 도르프만의 『죽음과 소녀』를 중심으로

        송병선 ( Byeong Sun Song ) 韓國世界文學比較學會 2011 世界文學比較硏究 Vol.37 No.-

        La muerte y la doncella, de Ariel Dorfman, representa un momento significativo en su carrera literaria: es su obra mas exitosa a nivel internacional, primer trabajo despues de la conclusion de su exilio y su primera pieza dramatica publicada. Tambien es un ejemplo de escritura de post-exilio que tiende un puente de lo local a lo global. Debido a su excelente acogida internacional, se han desarrollado estudios desde diferentes enfoques que; sin embargo, tienen un vacio interpretativo frente a algunos aspectos: 1) es dificil encontrar investigaciones que indaguen la razon de que esta sea su primera obra despues del exilio; 2) no hay exploraciones acerca del papel del arte en la representacion de las verdades; 3) se puede constatar que no hay trabajos que aborden el tema de la critica que hace la obra al gobierno chileno de transicion, especificamente, con respecto al papel de la Comision Nacional de Verdad y al dificil proceso de recuperacion despues del trauma de la tortura. 4) A pesar de que hay muchos analisis sobre la intertextualidad sobre el cuarteto de Schbert, pocos han prestado atencion a la referencia que hace el personaje Roberto Miranda sobre Nietzsche y; 5) existen varias aproximaciones acerca de la perspectiva posmodernista planteada en este drama, pero no muestran mucho interes en la relacion inestable entre el lenguaje y la verdad , que es una de las claves de la estetica posmodernista. El proposito de este texto es analizar estos cinco aspectos de manera interrelacionada, resaltando el papel de la literatura de la memoria para criticar la politica del olvido. Pretende arrojar una luz acerca del papel del arte y la representacion de la verdad en la epoca de transicion pos dictatorial en Chile.

      • KCI등재

        스페인어권 문학 및 지역학 : 19세기 푸에르토리코의 국가 정체성 형성과 흑인의 배제 -마누엘 알론소의 『히바로』를 중심으로-

        송병선 ( Byeong Sun Song ) 한국스페인어문학회(구 한국서어서문학회) 2011 스페인어문학 Vol.0 No.59

        El proposito de este estudio es analizar la obra El Gibaro(1849) del autor puertorriqueno Manuel A. Alonso para demostrar que los discursos del poder y sus ideologias influyeron en la construccion de la identidad nacional de Puerto Rico del siglo XIX. Esta novela fundacional crea el icono nacional, "el jibaro", es decir, el campesino blanco de las regiones montanosas de la isla. Sin embargo, el aporte de El Gibaro a la construccion de la identidad de Puerto Rico resulta erroneo. La obra de Alonso esta plagada de irregularidades con respecto a la realidad racial de la isla, lo que contribuyo a la exclusion de los negros del proyecto nacional. Este analisis de El Gibaro es un ejemplo de la maquinacion de los discursos del poder de los letrados a traves de la literatura, reafirmando asi la opinion de Angel Rama cuando propone la relacion entre escritura y poder en la epoca colonial. Este articulo intenta revelar que esta novela, piedra angular para el estudio de la narrativa de la jibaridad, fue un resultado de los discursos del poder.

      • KCI등재

        기억과 망각, 그리고 한국전쟁 참전의 의미 - 『과달루페, 끝없는 세월』을 중심으로

        송병선 ( Song Byeong-sun ) 세계문학비교학회 ( 구 한국세계문학비교학회 ) 2016 世界文學比較硏究 Vol.56 No.-

        이 글은 한국전쟁을 소재로 다룬 콜롬비아 문학 작품을 발굴하고, 그 안에서 한국전쟁의 기능과 의미를 알아보려는 노력의 일환이다. 콜롬비아 칸델라리아의 극단의 세 번째 집단창작품인 『과달루페, 끝없는 세월(Guadalupe anos sin cuenta)』(1975)은 한국전쟁이 지배적인 요소로 등장한다고 볼 수는 없지만, 주요 등장인물인 호아킨 로블레도의 변신과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다. 또한 한국전쟁 참전용사들이 귀국 이후 대 게릴라 전투에 투입되었음을 암시하는 작품이기도 하다. 이 작품은 1950년대 콜롬비아의 정치적·문화적·사회적 상황을 서술하지만, 거기에서 그치지 않고 그런 상황들이 지금까지 이어져 내려오고 있음을 밝히고 고발한다. 이 글은 『과달루페, 끝없는 세월』이 다루는 1950년대와 ‘지금 이곳’ 관점의 중요성을 알아보고, 자유당과 보수당의 문제를 정치적·역사적 상황 속에서 설명하면서 순환 구조의 의미를 포착하고자 하며, 열네 개의 파편적인 장면으로 구성된 이 작품을 시간 순서에 따라 재배열하여 각 시간에 따른 주요 역사자료를 제공하고자 한다. 또한 공식판본과 대립되는 민중 판본으로 작용하는 민요 ‘코리도’의 기능을 분석하고, 주요 작중인물인 로블레도를 통해 한국전쟁이 문화적 식민화와 정체성 상실에 이용되었으며, 동시에 한국전쟁 참전 용사들이 콜롬비아동부 야노스의 대 게릴라 작전에 투입된 상황도 알아보고자 한다. 이렇게 작품 전체 속에서 한국전쟁이라는 부분이 어떻게 작용하고 있는지 알아보고자 한다. This study is an effort to discover and analyze the Colombian literary works about the Korean War. In Guadalupe anos sin cuenta, the third collective creation of the Theatre Group ‘La Candelaria’, the Korean War is not a predominant topic over the whole work, but it constitutes the decisive factor for the transformation of the personage Joaquin Robledo. Also it is possible to observe that the veterans of the Korean War were used for the operation counter-guerrilla of the Oriental Llanos. This work narrates the socio-political and historical situations of the fifties, denouncing that the violence of that time even continues up to today. This article emphasizes the perspective of ‘here-now’ for the historical events of the fifties and explains the problematics of the liberals and the conservatives in the socio-historical context in order to reveal the meaning of the circular structure of the work. Also, it elaborates the reorganization of isolated and fragmented fourteen scenes according to the chronological order, informing the important historical facts. In addition, it analyzes the function of the ‘corridos llaneros’ that serves as a popular version against the official, and reveals that the Korean War was used as the cultural neocolonialism and the loss of the identity of the soldiers of the Battalion Colombia who later were sent for the assault against the guerrilla groups.

      • KCI등재

        모호성과 예언적 기능: 그리셀다 감바로의 『수용소』 읽기

        송병선 ( Song¸ Byeong Sun ) 고려대학교 스페인·라틴아메리카연구소 2021 스페인라틴아메리카연구 Vol.14 No.1

        아르헨티나의 극작가 그리셀다 감바로는 라틴아메리카 현대연극의 대표자 중의 하나이다. 감바로의 작품은 정치 참여와 미학이 완벽하게 조화를 이루는 대표적인 본보기이며, 아르헨티나뿐만 아니라 많은 라틴아메리카 국가가 경험한 권력 남용과 폭력의 문제를 성공적으로 다루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 글의 분석대상인 『수용소』는 그리셀다 감바로의 네 번째 극 작품이며, 1967년에 발표되어 1968년에 처음으로 상연되었으며, 초연 당시 관객과 비평가들의 관심을 끌지 못했다. 이 작품은 군사독재가 끝난 1984년에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다시 상연되면서 재조명된다. 이런 현상이 일어난 것은 모호성이 이 작품의 핵심이며 지배 요소이기 때문이다. 그리고 『수용소』의 또 다른 중요한 특징으로는 결코 겉의미로 해석되지 않는다는 것이다. 이 작품은 언어 기호와 비언어 기호로 가득하고, 이 기호들을 해석해야 그 시설이 어떤 곳인지 알 수 있다. 다시 말하면, 이 작품에서 마르틴은 계속해서 이런 기호를 해석하고, 이 해석행위는 그가 감지하는 기호의 속의미를 읽는 연습이다. 그래서 이 글은 『수용소』에서 모호성을 구성하는 대립적이고 모순적인 메시지의 충돌을 대표적인 세 장면을 통해 알아보고자 한다. 우선 시작 부분에서 프랑코와 대립적인 두 기호의 충돌을 살펴보고, 이후 엠마의 외모와 동작의 불일치를 통해 엠마의 모호성을 연구하며, 대립적 구조가 어떻게 마지막 장면의 모호성을 만드는지 알아본다. 그런 다음 이 작품에서 명시적 혹은 암시적으로 나타나는 상호텍스트들이 모호한 내용을 분명하게 밝히는데 어떻게 도움을 주는지 분석하고자 한다. Argentine dramatist Grisselda Gambaro is one of the representatives in Latin American contemporary theater. Gambaro's works are good examples of a perfect harmony between political commitment and aesthetics, and sucessfully deal with the abuse of power and the problem of violence that not only Argentina but many Latin American countries have experienced. The Camp is Grisselda Gambaro's fourth play and it was first staged in 1968. Ambiguity is the core and dominant element of The Camp. And another important characteristic is that its interpretation is never carried out at the level of connotation. This work is full of verbal and non-verbal signs, so it is necessary to understand them to define what this ‘camp’ is. In other words, Martin continues to interpret these signs, and this act is an exercise in reading the connotation of the signs he perceives there. This article attempts to examine the opposite and contradictory messages that constitute ambiguity in The Camp through three representative scenes. First, it observes the conflict between Franco and the two opposing signs at the beginning; then it studies Emma's ambiguity through the disagreement between Emma's appearance and motion; and finally it tries to find out how the opposing structure creates the ambiguity of the last scene. Also this article would like to analyze how the intertexts that appear explicitly or implicitly in this work help to clarify the ambiguous content.

      • KCI등재

        카리브 해의 혼종성과 정치적 의미

        송병선(Song Byeong-sun) 한국외국어대학교 외국문학연구소 2004 외국문학연구 Vol.- No.18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During the two centuries, the hybridity or mestizaje has been a central theme in the Latin American cultural studies which constitutes a historically configured field in the Latin American critical tradition. The central objective of this study is to consider the various ways in which different discourses of cultural hybridity have functioned as strategies for constructing, deconstructing, and reconfiguring trans/national imaginaries. After a brief discussion of official discourses of hybridity or mestizaje that stress assimilation, Europeanization and whitening, as well as of the influential concept of 'our mestizo America' developed by the Cuban intellectual José Martí in the last decades of the nineteenth century, this study will concentrate on the ways in which some major Latin American intellectuals of the twentieth century worked or reconstructed the paradigm. Finally this study will consider some academic works that examine cultural hybridity as strategies of empowerment and at times opposition and resistance within marginalized sectors of society. Actually the discourse of hybridity has a ambiguous status. While it has often been associated with nation-building, more recently it has also been applied to emerging cultural forms and minority discourse. As suggests Amaryll Chanady, this study will conclude that, whereas the term 'hybridity' stresses a postmodern and postcolonial interest in difference, deconstruction of traditional identity, the hybridity has frequently implied an emphasis on the viability of the national community as a whole in societies driven by conflict and social injustice and lagging increasingly behind in the global economy.

      • KCI등재

        가르시아 마르케스의 『썩은 잎』 다시 읽기

        송병선(Song Byeong sun) 한국외국어대학교 외국문학연구소 2016 외국문학연구 Vol.- No.64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가르시아 마르케스의 첫 번째 소설 『썩은 잎』에 대한 대부분의 비평과 분석은 『백년의 고독』출간 이후에 이루어졌다. 이 연구들은 주로 포크너와 울프의 소설과 이 작품과의 관계에 초점을 맞추면서, 이 작품이 실패한 소설이라고 부정적으로 평가한다. 그러나 유럽과 미국에서 정립된 내적 독백의 본질과 특징에 대한 고정된 개념이 아니라, 주변적 근대성의 관점에서 볼 경우에는 다른 평가가 가능하다. 이 글은 『썩은 잎』의 텍스트가 제시하는 작중인물의 상이한 현실과 내적 독백의 관계를 살펴보면서, 이 소설의 형식이 작품의 세계관과 긴밀한 관계를 맺고 있음을 보여주고자 한다. 다시 말하면, 형식과 내용의 연결 관계를 통해 이 작품을 구성하는 내적 독백은 비관적이고 비극적인 세계관에 적절하게 사용되었음을 밝히고자 한다. 이런 관점에서 본다면, 가르시아 마르케스의 『썩은 잎』은 시간과 공간이 정확하게 구성되었으며, 작중인물들의 내적 독백을 통해 이야기를 짜 넣으면서 이야기를 들려주는 기쁨을 보여주고, 독자들에게 그들의 생각과 감정을 비롯해 육체적 느낌까지도 전달하는 능력을 보여주는 작품임이 드러난다. 따라서 『썩은 잎』의 내적 독백은 정확하고 적절한 형식이었고, 그것과 연결되어 나타나는 내용 역시 콜롬비아 해안지방의 근대화와 밀접히 관련되어 있는 작품이라고 말할 수 있다. Most of critical essays and analysis about Leaf Storm, the first novel of Gabriel García Márquez, has been written after One Hundred Years of Solitude. These studies which have focused on formal aspects of this novel compared to the works of Woolf and Faulkner and judged it unfairly as a failed novel. But if we look with the perspective of peripheral modernity, not with the paradigm of the interior monologue of Europe and US, Leaf Storm can be considered as a valuable novel. This article analyses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different realities of the characters and interior monologue to show that the form engages closely with the world view of this novel. In other words, through the analysis of form and content, this study intents to prove that the interior monologue of this novel was used appropriately for the tragic and pessimistic vision and is far from the failed novel. Under this viewpoint, we can see the precise organization of time and space, a narrative interwoven through the interior monologue, the pleasure of reading in the fabulation of the story and the capacity of communicating the thoughts, feelings and physical sensation of the characters. In this sense, Leaf Storm can be considered as a work with efficient technical strategies that have to do with the modernity of coastal Colombia.

      • KCI등재

        여성 주체성을 통한 도미니카공화국의 국가정체성 탐색

        송병선(Song, Byeong-Sun) 한국라틴아메리카학회 2017 라틴아메리카연구 Vol.30 No.1

        La escalera para Electra (Stairway for Electra, 1970), the representative work of the writer Aída Cartagena Portalatín, is an experimental novel that examines the national identity of the Dominican Republic which has lasted for centuries. The project of this work is to reveal its falseness and claim the necessity of modifying it to draw up a new national identity. This article focuses on the main themes of this work -feminine subjectivity, national identity and the rewriting of history- and explores the spatial and temporal dimensions of this work,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intertextuality and the national identity, the destruction of traditional women’s images, the critique of patriarchy and the similarities between Greek drama and the sociocultural situations of Dominican Republic. Through the analysis of these elements, this article intends to show that the new identity of the Dominican Republic that she pursues is based on the super-syncretism of the Caribbean.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