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경첩 외고정 장치 및 임시 핀 고정으로 치료한 만성 비정복 주관절 탈구

          배정연(Jung Yun Bae),김태우(Tae Woo Kim),곽상호(Sang Ho Kwak),서근택(Kuen Tak Suh) 대한정형외과학회 2016 대한정형외과학회지 Vol.51 No.6

          주관절의 비정복된 만성 탈구는 흔하지 않은 손상으로, 주로 개발도상국에서 보고되고 있으며 국내 문헌에서는 두 개의 증례만 보고 되었다. 이를 치료할 때에는 만족할 만한 관절의 기능과 안정성을 동시에 얻어야 하기 때문에 상당히 많은 경험이 요구된다. 이 보고에서는 주관절 만성 탈구를 관혈적 정복 및 경첩 외고정기와 핀 고정술을 통하여 치료한 두 증례를 기술하고자 한다. Chronically unreduced elbow dislocation has commonly been described in underdeveloped countries. This is a very rare type of injury, and only two cases have been reported in Korea. Due to the potentially conflicting goals of restoring elbow stability and satisfactory function, successful treatment is a challenge even for experienced trauma surgeons. Herein, we described two cases of chronically unreduced elbow dislocation treated with open reduction and additional bony fixation using hinged external fixator and transarticular pin fixation.

        • KCI등재

          내측 접근법을 이용한 발달성 고관절 이형성증의 수술적 정복 : 단기 추시 결과

          배정연(Jung Yun Bae),김도훈(Do-Hoon Kim),조태준(Tae-Joon Cho),유원준(Won Joon Yoo),정진엽(Chin Youb Chung),박문석(Moon Seok Park),최인호(In Ho Choi) 대한정형외과학회 2009 대한정형외과학회지 Vol.44 No.6

          목적: 발달성 고관절 이형성증(DDH)에서 내측 접근법을 이용한 수술적 정복술의 치료 결과를 평가하였다. 대상 및 방법: 내측 접근법을 이용한 수술적 정복술을 시행받은 DDH 환아 중 2년 이상 추시한 33명을 대상으로 의무기록과 방사선 검사를 분석하였다. 수술 당시 평균 나이는 11.4개월(범위, 4-22), 평균 추시 기간은 88개월 (범위, 24-168)이었다. 수술 전후의 인자와 수술 후 재탈구 여부, 비구지수와 중심비구 각의 변화를 조사하였다. 결과: 비구 지수는 술 전 평균 35도에서 최종 추시 시 평균 16도로, 중심비구 각은 수술 1년 후 평균 7도에서 최종 추시 시 22도로 향상되었다. 2차 수술을 하였던 경우는 15예로 평균 4.4세에 시행하였다. Kalamchi 제1군의 무혈성 괴사가 8예에서 발견되었고 최종 추시 시 6세 이상인 환자 21명 중 Severin 분류의 Ⅰ 혹은 Ⅱ가 18예, Ⅲ가 3예였다. 재탈구는 1예가 있었다. 결론: 내측 접근법은 DDH에서 최소의 조직 박리를 통해 정복을 방해하는 구조물을 효과적으로 제거할 수 있어 선별적으로 사용하면 유용한 치료 방법이다. Purpose: We report the outcomes of medial open reduction for developmental dysplasia of the hip (DDH). Materials and Methods: This study reviewed the medical records and radiographs of 33 DDH cases treated by a medial open reduction and followed for at least two years. The mean age at surgery and follow-up duration was 11.4 months (range, 4 to 22) and 88 months (range, 24 to 168), respectively. The perioperative parameters, maintenance of reduction, and postoperative changes in the acetabular index and center-edge angle were recorded. Results: The acetabular index decreased from a preoperative average of 35° to 16° at the latest follow-up. The center-edge angle improved from an average of 7° at postoperative 1 year to 22° at the latest follow-up. A secondary bony procedure was performed in 15 cases at average age of 4.4 years. Avascular necrosis was noted in 8 cases, all of whom belonged to Kalamchi group Ⅰ. Among the 21 patients over 6 years-old at the latest follow-up, 18 belonged to Severin groups Ⅰ or Ⅱ and the remaining 3 to group Ⅲ. Redislocation occurred in one case. Conclusion: A medial open reduction is a minimal surgical procedure that can effectively release the structures obstructing a femoral head reduction. It should be a useful treatment modality for selected cases with DDH.

        • KCI등재

          정상 면역체계를 가진 소아에서 발생한 비결핵 항산성균에 의한 골수염

          배정연(Jung Yun Bae),최인호(In Ho Choi),김정렬(Jung-Ryul Kim) 대한정형외과학회 2009 대한정형외과학회지 Vol.44 No.6

          비결핵 항산성균(nontuberculous mycobacterium, NTM) 은 면역체계에 이상이 없는 소아에서는 대단히 드물게 골수염을 유발하며, 골종양, 연소기 류마티스 관절염, 연부 조직의 염증성 질환, 아급성 골수염 등과 비슷한 증상을 보여 진단이 어려운 경우가 많다. 저자들은 면역 저하가 없는 24개월 남아의 좌측 원위 대퇴골의 골단과 7세 남아 양측 거골에 발생한 NTM 골수염을 경험하여 보고하는 바이다. Osteomyelitis caused by nontuberculous mycobacterium (NTM) is rare in immunocompetent children, and is often difficult to differentiate from a bone tumor, juvenile rheumatoid arthritis, soft-tissue inflammation and subacute osteomyelitis. We report NTM osteomyelitis in immunocompetent children that developed at the left distal femoral epiphysis in a 24-month-old boy and at both tali in a 7-year-old boy.

        • KCI등재

          대한정형외과학회지에 발표된 논문들의 피인용 횟수와 연관된 특성(2001년부터 2015년까지의 논문 분석)

          배정연(Jung Yun Bae),곽상호(Sang Ho Kwak),강상우(Sang Woo Kang),우승훈(Seung Hun Woo),안태영(Tae Young Ahn),이상현(Sang Hyun Lee) 대한정형외과학회 2020 대한정형외과학회지 Vol.55 No.6

          목적: 대한정형외과학회지에 게재된 논문 중 어떠한 특성의 논문이 보다 많이 인용되는지에 대한 보고는 아직 발표되어 있지 않다. 이 연구에서는 대한정형외과학회지에 게재된 논문을 기준에 따라 분류하고 각 기준이 피인용 횟수와의 연관되었는지 분석하여 어떤 특성이 피인용 횟수와 연관되는지 알아보고자 한다. 대상 및 방법: 2001년부터 2015년까지 대한정형외과학회지에 게재된 논문 전체를 대상으로 3명의 저자가 논문의 양식, 대상, 연구 시점, 연구 설계, 임상적 위치, 저자 수, 그리고 증례 수에 따라 분류하고 2020년 1월까지 국내 및 국제 학술지에 인용된 횟수와의 연관관계를 분석하였다. 결과: 1,640편의 논문 중 724편이 1회 이상 인용되었으며, 평균 1.0회(표준편차 1.9)의 피인용 횟수를 기록하였다. 연도별로는 2009년에 게재된 논문들의 피인용 횟수가 가장 높아서, 평균 1.6회 인용되었다. 논문의 양식에 따라서는 원저, 수술기법 및 종설, 연수 강좌, 증례 보고의 순서대로 평균 피인용 횟수가 높았고(p<0.001), 증례 보고 중에서는 외상 일반에 대한 논문이 가장 피인용 횟수가 높았다(mean=1.5, p=0.006). 원저 중에서는 정형외과 일반에 대한 논문, 임상 논문, 실험 논문 순으로 피인용 횟수가 높았으며, 임상 논문 중에서 위치에 따라서는 척추에 대한 논문(mean=1.7, p<0.001)이, 연구 설계에 따라서는 역학 논문(mean=5.0, p<0.001)이 유의하게 높은 피인용 횟수를 기록하였다. 결론: 2001년부터 2015년까지 대한정형외과학회지에 게재된 증례 보고 중에서는 외상 일반을 다룬 논문이, 원저 중에서는 역학 연구이거나 척추 관절을 대상으로 작성된 논문이 게재 후 피인용 횟수가 유의하게 높았다. Purpose: No attempt has been made to identify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study characteristics and citation rates of articles published in the Journal of the Korean Orthopaedic Association (JKOA). This study classified the study characteristics of articles in the JKOA and analyzed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study characteristics and citation rates. Materials and Methods: A cohort study was conducted on all articles published from February 2001 to December 2015. Three independent reviewers classified the articles according to the article type, material, time of the study, design, clinical categories, number of authors, and number of cases. The citation numbers of each article by other journals were taken in January 2020. Univariate analyses were conducted to assess the effect of each characteristic, and multivariate linear regression analysis was performed to analyze the overall relationship between the characteristics and the citation rates. Results: A total of 1,640 articles were published from 2001 to 2015, and 724 articles were cited more than once. The articles published in 2009 had the highest average number of citations. Original articles had the highest citation rates, followed in descending order by surgical techniques and reviews, instructional course lectures, and case reports (p<0.001). Among the case reports, articles dealing with general trauma scored significantly higher average citations (mean=1.5, p=0.006). Among the original articles, articles on general orthopedics had the highest citation rates, followed in order by clinical articles and experimental articles. Among the clinical articles, epidemiologic studies (mean=5.0, p<0.001) and studies on the spine (mean=1.7, p<0.001) recorded significantly higher citation rates than the others. Conclusion: Of all the articles published in the JKOA from 2001 to 2015, articles dealing with general trauma had the highest citation rates among case reports. Among the original articles, epidemiologic studies and studies concerning the spine were cited significantly more than others.

        • KCI등재

          중등도 이상의 주관 증후군에서 조기 주관적 증상 호전과 수술적 결과와의 관계

          배정연(Jung Yun Bae),곽상호(Sang Ho Kwak),김석현(Seok Hyeon Kim),신원철(Won Chul Shin),이승준(Seung-Jun Lee),서근택(Kuen-Tak Suh) 대한정형외과학회 2017 대한정형외과학회지 Vol.52 No.2

          목적: 주관 증후군의 수술적 치료 결과는 술 후 6개월 이후 판단하게 되지만, 주관적인 증상 호전은 더 조기에 일어난다. 우리는 조기 증상 호전을 보인 환자들이 그렇지 않은 환자들에 비해 임상적 특성과 수술적 결과에서 차이가 있는지 알아보고자 한다. 대상 및 방법: 중등도 이상의 주관 증후군 증례 36예(35명) 중 19예는 수술 후 14일 이전의 주관적인 증상 호전을 보였고 17예는 그렇지 않았다. 두 군 사이의 임상적인 특성을 Mann-Whitney 검정 혹은 카이 검정을 통하여 비교하였다. 수술 결과는 수술 전, 술 후 3개월, 12개월에 반복 측정, ANOVA를 통하여 분석하였고 Wilson and Krout 기준에 따라 12개월째의 호전 여부를 파악하였다. 결과: 파지력은 두 군 간의 유의한 차이를 보였으며(p<0.001), 술 후 12개월의 Wilson and Krout 기준(p=0.029) 역시 유의한 차이를 보였다. Quick disabilities of the arm, shoulder and hand 점수와 파악력 및 임상적 특성은 두 군 간 유의한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결론: 중등도 이상의 주관 증후군을 수술한 후 조기 증상 호전을 보인 군에서는 수술 전 파지력이 의미있게 높았고, 수술 후 12개월까지의 결과도 더 좋았다. Purpose: Moderate to severe cubital tunnel syndrome usually requires surgical treatment. Most surgical outcomes are evaluated 6 months after the procedure; however, subjective symptoms begin to show improvement much earlier. In this study, we explored whether patients who experience early improvement of subjective symptoms have different clinical characteristics and surgical outcomes than those without early improvement. Materials and Methods: Between January 2012 and February 2015, 36 surgical cases of moderate- to severe-stage cubital tunnel syndrome (modified McGowan grade IIA, IIB, or III) were included. Nineteen patients (15 males and 4 females with a mean age of 54.3±12.0 years) reported subjective symptom improvements within 14 days postoperatively. Seventeen patients (15 males and 2 females with a mean age of 53.4±11.9 years) did not report any early symptom improvements. Clinical characteristics-hand dominance, sex, smoking history, type of surgery, age, symptom duration, elbow range of motion, grip strength, key pinch strength, 2 point discrimination, pain, quick disabilities of the arm, shoulder and hand (DASH) score, and modified McGowan grade-were analyzed retrospectively using a Mann-Whitney test or chi square test. Surgical outcomes were measured at postoperative 3 and 12 months using repeated-measures ANOVA, and Wilson and Krout criteria were analyzed using a chi-square test. Results: There was a difference in key pinch strength (p<0.001) between the groups. At postoperative 12 months, Wilson and Krout criteria (p=0.029) were associated with early improvement of subjective symptoms. The subjects’ quick DASH scores and grip strengths improved over time, but no difference was observed between the groups. Conclusion: After surgical treatments of moderate to severe cubital tunnel syndrome, patients who presented early improvement of subjective symptoms, compared with those who did not, had significantly higher preoperative key pinch strength and better surgical outcomes at postoperative 12 months.

        • 주관절의 초음파 소견 및 이용

          배정연,이승준,이건우,Bae, Jung Yun,Lee, Seung-Jun,Lee, Kun Woo 대한정형외과초음파학회 2013 대한정형외과 초음파학회지 Vol.6 No.2

          근골격계 초음파는 방사선 노출에서 자유로우며, MRI 에 비해 저렴한 가격, 외래에서 쉽게 시술할 수 있는 접근성, 또한, 이학적 검사와 함께 병행하면서 검사의 정확성을 더 높일 수도 있는 독특한 장점을 가지고 있다. 스트레스 검사와 함께 동적으로 시행하는 초음파 검사는 건, 인대, 신경 등의 숨은 병변을 확인하는 데에 유용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주관절 초음파는 관절면, 활액막 공간에 대한 검사, 외측 상과염, 내측 상과염 등의 건 관련 질환이나 말초 신경의 병적 상태에 대한 진단 및 초음파 유도하 전, 후방 점액낭 및 관절내 주사를 위해 외래에서 손쉽게 사용될 수 있다. Musculoskeletal ultrasound has unique advantages that may be free from exposure to radiation, low price compared to MRI, outpatient procedure that can be easily accessible, and better accuracy combined with physical examination. Dynamic ultrasound performed with stress tests are known to be useful for detecting the hidden lesions in the tendons, ligaments, nerves. Ultrasound in the elbow can be used easily in the outpatient for evaluation of the joint surface and synovial space; diagnosis for tendon diseases such as lateral epicondylitis, medial epicondylitis and morbidity of peripheral nerves; guide for anterior-posterior bursal and intra-articular injections.

        • KCI등재

          동종골과 다공성 하이드록시 아파타이트의 골 유합능 비교

          황창주(Changju Hwang),배정연(Jung-Yun Bae),구기형(Ki Hyoung Koo),이재협(Jae Hyup Lee),염진섭(Jin-Sup Yeom),장봉순(Bong-Soon Chang),이춘기(Choon-Ki Lee) 대한정형외과학회 2007 대한정형외과학회지 Vol.42 No.4

          목적: 동종골과 다공성 하이드록시 아파타이트(본그로스-HA<SUP>®</SUP>)를 이용하여 백색 가토의 후외방 유합술을 시행함으로써 유합 능력의 차이를 비교하고자 하였다. 대상 및 방법: 3-3.5 kg의 뉴질랜드산 수컷 백색 가토의 양측 제4-5 요추 횡돌기를 후외방 도달법으로 노출한 후 각각 3 cc의 동종골 또는 다공성 하이드록시 아파타이트를 이식하였다. 15마리씩 두 군으로 나누었고, 술 후 12주에 전체를 희생하여 육안 및 도수 촉진 검사, 방사선학적 검사, 인장 검사, 조직학적 검사 등을 통해 골형성 및 유합 능력을 평가하였다. 동종골을 이식한 군에서 생육 도중 6마리가 사망하여 부검을 시행하였으나 특이 소견은 관찰되지 않았다. 결과: 술후 12주에 동종골 이식 군에서는 9마리 중 5마리(55.6%)가 완전 유합, 4마리가 부분 유합으로 판정되었고, HA 이식 군에서는 15마리 중 10마리(66.7%)가 완전 유합, 4마리가 부분 유합, 1마리에서 불유합의 소견을 보였다. 인장 검사 상 유합체의 평균 파단점은 동종골 이식 군에서 140.7 N, HA 이식 군에서 189.6 N이었다. 각 군 당 2마리씩 시행한 조직학적 검사에서는 HA 이식 군의 골전도 양상이 다소 좋은 결과를 나타내었다. 결론: 골 유합능 비교 실험에서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없었으나 HA 이식군에서 다소 우수한 결과를 보였다. Purpose: An experimental animal study was performed to compare the bone fusion capacity of an allograft and porous hydroxyapatite. Materials and Methods: Three milliliters of allograft or porous hydroxyapatite particles were inserted between the 4<SUP>th</SUP> and 5<SUP>th</SUP> lumbar transverse processes of New Zealand white rabbits weighing 3-3.5 kg. The total number of rabbits was 30, which were divided randomly into 2 groups. The bone formation and fusion capacity were evaluated 12 weeks after surgery through the gross findings and manual palpation, as well as radiological, biomechanical, and histological studies. Six rabbits in the allograft group died during breeding but the autopsy finding did not show any evidence suggesting an infection or graft rejection. The allograft was harvested from the iliac crest of the rabbits of the same species aseptically and was preserved at - 80°C for at least 7 days before implantation. Results: The fusion rates were 55.6% (5/9) and 66.7% (10/15) in the allograft and porous hydroxy-apatite groups, respectively. The mean values of the tensile strengths were 140.7 N in the allograft group and 189.6 N in the porous hydroxyapatite group. Histological analysis of 2 specimens from each group revealed theporous hydroxyapatite group to show a slightly better osteoconduction capacity. Conclusion: The porous hydroxyapatite group showed better bony union capacity even though there was no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the 2 groups.

        • KCI등재

          주두 골절을 동반한 척골의 분절 골절 치료

          김명수(Myoung Soo Kim),문규필(Kyu Pill Moon),조형준(Hyung Joon Cho),배정연(Jung Yun Bae),서근택(Keun Tak Suh) 대한정형외과학회 2010 대한정형외과학회지 Vol.45 No.6

          전완부에 다발성 골절과 탈구가 발생한 환자에서 드물게 발생한 주두 골절과 척골의 간부 분절 골절을 치료하는 데에 있어서 추천할만한 치료 방법은 주두부의 해부학적 특성을 이용하여 합병증을 최소화하는 긴장대 강선 고정술과 골수강 내 금속정 고정술로 사료되어 이를 시행하고 좋은 결과를 얻어 보고하고자 한다. We would like to report a case of treating a segmental fracture of ulnar shaft, with a concomitant olecranon fracture. The patient was treated using tension band wiring and intramedullary nailing procedures Based on the nature of the olecranon, we believe this should be a recommended treatment method that minimizes complications for the patient that has multiple fractures and a dislocation of the forearm.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