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大巧若拙의 미학적 의미

        상명대학교 어문학연구소 1998 語文學硏究 Vol.7 No.-

        大巧若拙是老子 《道德經》 45章裏面的句子. 저개구자적의사취시세최고적령교호상흔분졸사적. 這裏所說的巧, 在文藝美學上可以說是人爲的技巧美, 這裏所說的拙, 可以說是自然的素樸美. 一股認爲這個句子的意思是崇尙自然樸素, 排擊人爲的技巧. 有些女藝家和文藝理論家從老子的這個句子得到啓示, 作爲衝破形式主義和唯美主義的束縛, 提倡自然素樸之美的武器. 這種看法是對的, 可是我認爲未必盡然. 本論文的目的是闡明大巧若拙裏面的論理的結構, 환유천발대교야졸적졸리면유십마미학적의미. 老子主張抛棄人爲的技巧美, 復歸自然的素樸美. 道德經裏面常常出現 '復歸' 這個辭彙. "復歸" 或者 "回歸" 是老子思想中非常重要的要素. 大巧若拙裏面也有復歸的要素. 原始時代的人們光知道素樸美,隨着社會的發達人們重視人爲的技巧, 가시저종기교재노자적안광리환시부구적, 老子認爲人們達到最高的技巧美, 自然再復歸於素樸美. 這種論理結構表面上是圓形的結構, 其實是螺旋形的結構. 최후달도적소박미근최초적소박미, 一方面是一樣的, 一方面是不同的. 最後達到的素樸美, 比起來原始的素樸美, 可以說是多高一層的素樸美. 由此看來, 我們就可以說大巧若拙的拙事實上不是原始的素樸美, 而是成熟的素樸美. 대교야졸적졸리면유십마미학적의미? 大巧若拙的拙有恨多的美的意味, 這裏提出三種美. 一是成熟的素樸美.這是大巧若拙的一次的意味. 二是深奧的單純美. 一般人喜歡複雜繁華, 可是達到最高的技巧的人, 抛棄複雜繁華, 復歸於單純. 這種單純美不是最初的單純美, 而是把複雜繁華美藏在深層裏的單純美. 三是釀成的平淡美. 一般人喜歡奇異濃艶, 可是達到最高的技巧的人, 復歸於平淡. 這種平淡美不是普通的平淡美, 而是以奇異濃艶釀成的平淡美.

      • KCI등재

        박선석 소설연구 - 장편소설에 대한 대중적 호응의 양상과 의의를 중심으로 -

        춘란 한중인문학회 2013 한중인문학연구 Vol.39 No.-

        박선석은 중국 조선족문학사상 매우 특징적인 작가의 한 사람이다. 그는 1980년에 등단하 여 지금까지 30여 년간 조선족 문단에서 가장 지속적으로 꾸준하게 글을 써 온 몇 안 되는 다산작가중의 한 사람이다. 박선석은 대중의 시각으로 당대 중국사회의 정치변동에 대한 날카로운 비판과 조선족 농 촌공동체의 역사적 변천과 농민들의 삶에 대한 진지한 성찰을 소설 속에 담아냈다. 때문에 수 많은 독자들의 열광적인 호응을 얻었다. 본 논문은 지금까지 박선석 문학에 대한 편향된 인식과 이해를 문제 삼고 1990년대에 들어 중국이 후기 자본주의 사회에 진입할 때 조선족 사회에서 나타난 ‘박선석 현상’에 주목하여 개혁개방이후 조선족 사회에서 대중들로부터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소설인 박선석의 대표작 -<쓴웃음>, <재해>에 대한 대중적 호응의 양상과 의의에 대해 고찰했다. Park Seonseok is one of the distinguished features in the history of Korean Chinese minority(chaoxianzu) literature. started in 1980s, he is the one who consistently has been writing novels in the field over the thirty years. From the perspective of ordinary people, he severly criticized on the political change of contemporary Chinese society and also reflected of the life of farmers on the effect of the historical change of Korean Chinese rural community on his novels. Therefore, his novels obtained enthusiastic responses from enormous readers. Hitherto, rarely has the biased recognition and comprehension on his literature been problematized, the purpose of this paper is to examine his most beloved two novels, Sseun-us-eum and Jaehae, on the basis of how to read and analyze Park Seonseok Syndrome when Korean Chinese society entered the late capitalist society during 1990s since China's reform and opening up(gaige kaifang) era. In addition to the process, I investigate the mass psychology of the Korean Chinese community in a transition from fluctuation of Chinese modern and contemporary history to the era of reform and opening up.

      • KCI등재

        문화대혁명과 조선족 농촌사회의 문학적 형상화 - 박선석의 <쓴웃음>을 중심으로 -

        춘란 한중인문학회 2015 한중인문학연구 Vol.46 No.-

        <쓴 웃음>은 문화대혁명이 끝난 뒤 전반 중국 조선족 문단이 그 후유증에 시달리면서 ‘눈치 보기’ 창작을 할 때 큰 용기를 내어 창작한 장편소설로서 조선족 농민의 시각으로 바라본문화대혁명에 대한 기록이라는 면에서 의미가 크다. 박선석의 <쓴 웃음>에서 중앙에서 발동한 문혁은 조선족 농촌사회에서는 성질을 달리하여정치 적 투쟁이라기보다는 정치변동을 이용한 개인적인 욕망과 복수심으로 인한 지극히 사적인 것으로부터 출발한 갈등이 주선을 이루며 서로 물고 물리는 파벌 싸움으로 표현된다. 조선족사회에서의 ‘문화대혁명’을 해석함에 있어서 민족주의에 대한 탄압은 빼놓을 수 없는 것이지만 박선석의 <쓴 웃음>을 비롯한 조선족작가들의 작품 에서는 이와 관련된 민감한기억들은 거의 은폐되어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박선석의 문혁서사를 정직하지 못하다고 평가절하 할 수 없는 것은 박선석은 중국에서 중국 사회의 일부분인 소수 민족으로 정착해 가면서 조 선족농민들이 직면해야 했던 제 문제를 체계적으로 발화될 수 없었던 소수자들의 목소리에 대한 복원을 통하 여 그 시기에는 뛰어 넘을 수 없었던 절대적인 기준과 가치관에 대해독자들로 하여금 부정하고 비판하고 질의 를 하게 만듦으로서 조선족농민들이 당시 마주해야했던 문제의식을 늦게나마 사회적 역사적 지평으로 확대 심 화시켰다고 본다. The full-length <the bitter smile> is firstly written when the entireKorean-Chinese literary circle suffered from the aftermath of the CultureRevolution and tried to read the political countenance. Therefore, it is fair tosay that <the bitter smile> is a significant record from a peasant’s perspectiveto observe the fluctuant periods of the Culture Revolution. In his work, Park sunseuk differentiated the impact of the CultureRevolution in Korea-Chinese rural society from other social groups. He depictedthe Culture Revolution which was initiated from the central authorities, notas a political revolution, but as a conflict that originated from a private fielddue to personal desire and a factional strife to criticize and denounce againsteach other. In terms of depicting the impact Culture Revolution in Korean-Chinesesociety, the suppression against nationalism is one important point that can’tbe forgotten. However, in almost all Korean-Chinese literary works such as<the bitter smile>, sensitive memories are carefully concealed byKorean-Chinese writers. Moreover, the reason why Park sunseuk’s works can’tbe underestimated is because he, as a member of the minorities in China,reproposed the issues that the Korean-Chinese had to be confronted with andrevitalized the underrepresented opinions that had been neglected for longperiods of time. Meanwhile, he provided unique opportunity for readers to holdindependent analysis to challenge absolute and internal values and standardsof the truth. Hence, he raised the necessity to solve the issues thatKorean-Chinese peasants had to encounter and eventually developed theseissues to a new social and historical level.

      • KCI등재

        발효 과일박 및 신선초박의 급여가 계육 내 지방산 조성, 콜레스테롤 및 저장 기간 중 지방산패도에 미치는 영향

        강환구,최희철,채현석,나재천,방한태,성복,김민지,서옥석,이지은,김동욱,김상호,Kang, Hwan-Ku,Choi, Hee-Chul,Chae, Hyun-Suk,Na, Jae-Cheon,Bang, Han-Tae,Park, Sung-Bok,Kim, Min-Ji,Seo, Ok-Suk,Lee, Jee-Eun,Kim, Dong-Wook,Kim, Sang-Ho,Kang 한국축산식품학회 2010 한국축산식품학회지 Vol.30 No.3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시험은 육계 사료 내 발효 과일박 및 신선초박의 급여가 저장기간 중 계육의 지방산화도, 지방산 조성 및 콜레스테롤에 미치는 영향을 가능성을 알아보고자 시험을 실시하였다. 시험 처리는 무첨가구인 대조구(Control, C), 발효 사과박 1.0%(T1), 발효 배박 1.0%(T2), 발효 감귤박1.0%(T3) 및 발효 신선초박 1.0%(T4)로 처리구를 나누어 시험을 실시하였다. 시험 전 기간 동안 생산성에서는 대조구와 비교 시 발효 사과부산물 1.0% 첨가구에서 118%의 개선효과를 갖는 것으로 나타내었으며 처리구간 비교시에도 발효 사과 부산물 첨가구에서 가장 높게 나타났다. 발효 과일 부산물 및 신선초 부산물을 급여한 계육의 저장기간 중 지방산패도는 3일차까지는 차이가 없었으나 종료일인 7일차에 발효 감귤부산물에서 3.7 MDA mg/kg으로 다른 처리구와 비교 시 지방산화도에 대해 유의적인 개선효과가 나타났다(p<0.05). 하지만, 발효 신선초 부산물에서는 다른 처리구와 비교 시 개선효과가 나타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나 본 실험에서는 발효 신선초 부산물이 저장 기간 중 지방산패도에 큰 영향을 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계육 내 지방산 조성에서 전체 처리구간에 유의적인 차이는 나타내지는 않았다. 콜레스테롤 함량은 대조구에서 가장 높았으며 발효사과부산물 첨가구에서 가장 낮게 나타났다. 결과적으로 본 시험에서는 육계 사료 내발효 식물체 부산물의 첨가급여가 육계의 생산성에 대한 개선효과는 물론 혈액 및 계육 내 콜레스테롤 감소효과가 나타나 콜레스테롤 함량이 낮은 축산물 생산에 대한 충분한 가능성을 나타낸 결과라 할 수 있다. 하지만 현재까지 발효사료를 이용한 연구가 축산식품 이외의 산업에 국한된 점을 감안 할 때 축산분야 역시 이에 대한 다각적인 연구가 필요할 것으로 사료된다. This study investigated the effects of dietary supplementation of fermented apple pomace (FAP), fermented pear pomace (FPP), fermented orange pomace (FOP), and fermented Angelica keiskei Koidz pomace (FAKP) on performance, shelf life, fatty acid composition and cholesterol in broiler chickens. A total of 600, 1-day-old male broiler chicks (Cobb strain) were randomly divided into six groups with four replicates of 30 birds each. There were five treatment groups: control (C), FAP (1.0%, T1), FPP (1.0%, T2), FOP (1.0%, T3), and FAKP (1.0%, T4). The body weight of the broiler chickens fed FAP diet was higher (1,758 g) than the other treatments. There was no difference in the thiobarbituric acid reactive substances (TBARS) in chicken meat between all groups at days 1, 3, and 5 of storage, while the FAP-supplemented group displayed lower TBARS values at day 7. There was no significant difference in fatty acid composition between the groups but the cholesterol content of chicken meat was lower than the control groups. These results suggest the possibility that FAP could be used as a functional feed to improvement the quality performance of broiler chickens.

      • 2012년 제11회 KSPEN 학술대회 : P-5 ; 중환자에서의 영양상태 평가지표 비교

        최나예,최수안,이정화,이은숙,조영재,도중,한호성 한국정맥경장영양학회 2012 한국정맥경장영양학회 학술대회집 Vol.2012 No.-

        중환자는 영양불량이 쉽게 발생하여 치료에 부정적인 영향을 야기하므로 적절한 영양 평가가 필요하나, 급성기반응으로 인하여 기존의 영양상태지표로는 유효한 평가를 내리기 어렵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중환자에서의 골격근량을 측정하여 기존의 영양상태 평가지표와의 상관성 및 각각의 변화율과의 상관성을 확인하여 골격근량 측정의 임상적 유용성을 규명하고자 하였다. 2011년 8월 25일부터 10월 13일까지 분당서울대학교병원 내과계 중환자실에 48시간 이상 재원한 성인 환자를 대상으로 중상박부둘레와 삼두근박하 피부두겹두께를 전향적으로 측정하였다. 기존의 영양상태 평가지표인 이상 체중비, 혈중 알부민 수치, 총 임파구수 및 SNUBH-NSI (nutritional screening index)와 전향적으로 측정된 중상박부 근육둘레와 중상박부 근육면적을 비교하여 그 상관성을 분석하였다(n=57). 또한 내과계 중환자실 재원기간이 1주 이상인 환자의 경우 1주 간격으로 영양상태 평가지표를 재수집하여 변화 추이를 살펴보았다(n=25). 연구결과 초기 측정 환자군에서 기존의 영양상태 평가지표간에는 상관관계가 없었으나, 이상체중비와 중상박부 근육둘레 및 중상박부 근육면적간에는 상관관계를 보였고, 재 측정 환자군에서는 중상박부 근육둘레 및 중상박부 근육면적의 변화와 체중변화와의 상관관계는 있었으나, 다른 영양상태 평가지표 변화와의 상관관계는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를 통해 기존의 영양상태 평가지표 중 이상체중비가실제 중환자의 근육량을 반영한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으나 추적 연구군 수의 부족으로 체중변화와 근육량 변화간의 상관관계에서는 통계적 유의성을 획득하지 못하였다. 본 연구만으로는 영양상태 평가지표로써 중상박부근육둘레 및 중상박부 근육면적의 유용성을 확인하기에는 부족하였고, 향후 다수의 추적 연구군을 대상으로 영양상태 평가지표 변화에 대한 추가 연구가 필요할 것으로 사료된다.

      • KCI등재

        과연 타르스키의 진리정의는 철학에 필수적인가?

        정일(Jeong-Il Park) 한국철학회 2001 哲學 Vol.67 No.-

        최근에 이병덕 박사는 졸고 「열린 해석과 타르스키의 진리정의」 (이하 ‘박정일(1999)’로 약칭함)에 대하여 일견 매우 강력한 비판을 제기하였다. 그 비판의 핵심은 박정일(1999)에서 제시된 주장의 세 가지 근거가 모두 설득력이 없다는 것이다. 나는 이 글에서 이러한 이병덕 박사의 비판에 대해 답변하고자 한다. 나의 논점은 이러하다: 나는 박정일(1999)에서 타르스키의 진리정의가 철학에 필수적인 수단을 제공하지 않으며, 바로 이러한 의미에서 철학적으로 중요하지 않다고 주장하였다. 여기에 대한 이병덕 박사의 비판은 더 깊은 생각을 요구하는 자극적인 것이었지만, 나는 그가 대체로 박정일(1999)를 오해했다고 생각하며, 그리하여 그의 어떤 비판은 모호하거나 빗나갔고 또 어떤 주장은 오류라고 생각한다. 특히, 그가 제시하는 반대 주장 -이것을 의도한 것이라면- 의 논거는 거의 설득력이 없다고 여겨진다. 따라서 나는 여전히 박정일(1999)의 주장이 유효하다고 생각한다.

      • KCI등재

        “대교약졸(大巧若拙)”의 심미관과 선종의 깨달음

        한국중국어문학회 2011 中國文學 Vol.66 No.-

        中西許多學者已經就?宗所含的老庄特点和?宗與老庄思想的共同点進行了論述。 本論文從老子的“大巧若拙”之審美觀的觀点出發, 考察?宗悟道的審美特点。 “大巧若拙”的審美觀有洗練的素朴美, 深奧的單純美, 熟成的平淡美。 一般來說人們認爲文學藝術作品或建筑物等可以成爲審美的對象, 但是屬于形而上的宗敎的悟道不可能成爲審美的對象。 有的人認爲悟道是超越善惡, 是非, 美丑, 任何形 象和思維的絶對形而上的世界, 在那里根本沒有論審美觀的余地。 可是筆者認爲包括?宗的悟道在內, 任何悟道都不能完全脫離體驗悟道的人的個人傾向和他所屬的社會文化歷史背景。 在印度的文化土壤中所獲得的悟道和在中國的文化土壤中得到的悟道是不相同的。 傳統上, 印度的印度敎聖者們對悟道的記錄都是由超越想象的三昧和奇迹來点綴的。 從審美的觀點來看, 這屬於華麗美和莊嚴美. 來自印度的大乘佛敎也有這種傾向。 大部分大乘佛敎經典中都有衆多的佛祖和菩薩登場, 其中都用美好語句描述了華麗庄嚴的三昧和超越想象的異迹。 與此相比, ?宗的悟道?朴素。 在?師們對悟道的記錄, ?難?到特別的異迹或者對庄嚴華麗的世界觀的描寫。 “拈花微笑, 以心傳心”的傳法說?好地體現了?宗頓悟的素朴美。 但是?宗的悟道所體現的素朴美不是原始的素朴美, 而是把以前佛敎的諸多宗派中的華麗美和庄嚴美隱藏在內的, 洗練的素朴美。 印度敎的悟道的階段和種類有許多, 達到悟道的階段?復雜, 修練的方法也因門派不同而千差万別。 大部分的大乘佛敎經典對達到悟道的方法和階段都敍述得非常冗長。 與此相比, ?宗的悟道確實顯得單純。 通常在談到?宗的悟道時, 常說提到單刀直入。 ?宗的達到悟道的修行方法簡單。 衆所周知, “只管打坐”的默照?和“打破公案”的看話?都追求自覺到此時此地看到, 聽到, 說道的這個心卽是佛陀。 自覺沒有特別的階段, 是卽發的。 但是, 禪宗的悟道幷不是容易地得到的。 有些禪師的對話與行爲是完全超越一般的思惟和論理。 禪宗的悟道是不能用?大的八万四千大藏經來解釋的, 可是有時可以從一張瓦與竹子相?的聲音中就領會到的。 一方面是太容易, 太單純, ?一方面又太難的就是?宗的悟道。 用審美觀來說是典型的深奧的單純美。 平淡美與悟道時的情緖方面有關。 一般在頓悟時, 與自我和世界的根源性的洞察性一起, 伴有强烈的持續的情緖。 比如解脫感, 平和, 感恩和快樂等情緖。 與印度悟道相伴的主要是情緖是輝煌燦爛的至福之感。 佛敎的法悅雖然沒有印度敎那樣强烈, 但是在一定程度上有至福感。 當然, 禪宗的悟道也帶來法悅, 但是與瑜伽和敎宗相比, 非常平淡。 這與悟道的性質有?大關系。 印度敎和佛敎敎宗的悟道基本上都經過長時間的肉體的淨化, 精神上的淸靜等過程才能出現, 所以情感變化必然會?强烈。 但是?宗的頓悟基本上是通過自覺獲得的, ?重視認識的轉換, 所以情感變化不是?大。 “茶?一味”最代表禪 宗悟道的平淡美。

      • SCIESCOPUSKCI등재

        동박과 접착력 향상을 위한 폴리이미드 합성 및 접착특성 평가

        재연(Jae Yun Park),종현(Jong Hyun Park),유민(Yu Min Park),노균(No Kyun Park),김윤호(Yun Ho Kim),원종찬(Jong Chan Won) 한국고분자학회 2017 폴리머 Vol.41 No.5

        차세대(5G) 디스플레이의 발전으로 인하여 데이터 전송량이 점차 증가하므로, 신호전송이 빠른 대역대인 고주파 대역을 사용한다. 신호전송을 위한 회로는 동박과 폴리이미드 필름으로 이뤄진 유연동박적층판(FCCL)이 사용되는데, 고주파는 표면으로 신호가 흐르므로 두 소재 사이의 계면 조도를 낮춰 경로를 최소화하여야 한다. 그러나 저조도 동박을 사용하면 동박과 폴리이미드 수지와의 접착 강도가 떨어지게 되므로 이러한 문제점을 보완해야 한다. 본 연구에서는 동박과 접착력 향상을 위해 다양한 폴리이미드 구조를 설계하고, 아민계 실란 기능기를 도입한 폴리아믹산을 합성하였다. 다양한 구조의 폴리아믹산은 pyromellitic dianhydride(PMDA), 3,3"4,4"-biphenyltetracarboxylicdianhydride(BPDA), 4,4"-(hexafluoroisopropylidene) diphthalic anhydride(6FDA)와 m-tolidine(mTB), 2,2"-bis(trifluoromethyl)-[1,1"-biphenyl]-4,4"-diamine(TFMB) 등의 조합으로 합성하여, 이를 동박에 코팅하고 이미드화하여 FCCL을 제조하였다. 접착력에 대한 특성은 다양한 폴리이미드 구조에 따른 박리 강도 시험과 분리된 계면에 대한 AFM, SEM, 접촉각 측정으로 상관관계를 비교 해석하여 확인하였다. Since the development in mobile display requires high data transmission speed, there is a growing need in the development of flexible copper clad laminate (FCCL) for flexible printed circuit board (FPCB) that has a high signal propagation at high frequency range. The circuit for signal transmission uses FCCL which is composed of copper foil and polyimide film. The surface roughness of copper foil has to be low to reduce the pathway of signal because the current flows near the surface at high frequency range. However, such low roughness of the copper foil results in poor adhesion to polyimide, which is a problem that should be addressed. In this study, the poly(amic acid)s (PAAs) having various structures were synthesized and the silane functional group was introduced as end group to investigate the enhancement in the adhesion with the copper metal. Various polyimide structures were synthesized with the combinations of pyromellitic dianhydride (PMDA), 4,4"-(hexafluoroisopropylidene) diphthalic anhydride (6FDA), 3-aminopropyltriethoxysilane (TEOS), 3,3",4,4"-biphenyltetracarboxylic dianhydride (BPDA), m-tolidine (mTB) and 2,2"-bis(trifluoromethyl) biphenyl-4,4"-diamine (TFDB). The synthesized PAAs were casted on the copper foil and were imidized for the fabrication of polyimide for FCCL. The adhesion strength between the polyimide and the copper foil was investigated by peel strength test and interfacial characteristics was investigated with AFM, SEM, FTIR and contact angle measurement.

      • KCI등재

        민족과 국민사이 : 조선족의 초국가적 이동과 민족정체성의 갈등

        경화(朴京花),금해(朴今海) 인하대학교 한국학연구소 2015 한국학연구 Vol.0 No.39

        1992년 한중수교와 더불어 조선족사회에는 전례없는 초국가적 이동의 붐이 일기 시작하였다. 조선족은 그들자신의 “과계민족”으로서의 우세를 빌어 친척방문, 노무송출, 국제결혼,유학 등 다양한 경로로 한국을 중심으로 한 세계각지로 이동하고 있다. 조선족의 초국가적인구이동은 조선족사회의 경제 사회발전을 추진함과 아울러 일련의 사회적 문제도 야기하고있다. 국민과 민족사이에서 겪고 있는 정체성의 변용이 바로 한 사례이다. 중국국민이면서도 한민족디아스포라라는 특수한 입지의 조선족은 같은 핏줄의 민족성을 내세우고 막연한 기대감으로 한국에 들어서지만, 입국하는 그 순간부터 그들은 신체적 이동과 함께 그 신체에 배여 있는 자신들의 공동체문화가 한국내의 문화와 전면적으로 접변하고 부단히 상충하는 과정에서 전연 예기치 못한 정체성의 갈등과 곤혹을 경험하게 된다. 특히 그들에게 강요되는 재외동포와 외국인근로자, 불법자와 합법자, 한국인과 중국인 등 다중적인 경계인으로서의 입지 및 조선족과 한국인 사이에 뛰어넘을 수 없는 무형의 두꺼운 장벽으로 완전히 타자화되면서 “나는 누구인가”라는 고민과 아울러 국민국가인 중국과 종족, 혈통국가인 한국을 사이에두고 과계민족으로서의 딜레마에 빠지게 된다.그렇게 시작된 한국과의 교류가 서로간의 불신, 반목, 이해를 거듭하면서 어느덧 30년이란 시간이 흘렀다. 강산이 세 번씩이나 바뀌는 사이 역동적인 초국가적 이동속에서 재한조선족사회는 이미 하나의 자체커뮤니티를 이루어가면서 강한 정주화의 경향을 보이고 있을 뿐만 아니라 조선족들의 귀속의식과 정체성에도 새로운 변화의 양상을 보이고 있다. 오늘날 아이덴티티의 선택의 범위를 넓히고 있는 조선족의 정체성을 간단히 ‘국민’과 ‘민족’이라는 양자택일의 논리로 설명할 것이 아니라 하나의 진행상태에 있는 생산과정으로, 한중양국의 정책및 무수한 개인들의 이해관계가 경합하며 공존하는 가운데서 끊임없이 구축되고 있는 미완의과정으로 보아야할 것이다.본 연구는 2004년 필자가 한국체류시 서울, 경기지역 부동한 계층의 조선족 16명에 대한 심층구술면접조사 및 2015년 1월 한국 체류시 이들에 대한 재차로되는 추적면담조사에 기초하여 그들의 굴곡적인 정체성의 변용궤적을 살펴봄으로써 글로벌시대 조선족사회와 그들의 이주현실을 바라보는 시야를 넓히고 더 나아가 ‘조선족’에 대한 새로운 인식과 담론을제공할 수 있기를 기대해 본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