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원문제공처
          펼치기
        • 등재정보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펼치기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新羅 積石木槨墓 出土 黃金遺物과 初傳佛敎 - 黃金의 起源과 移入에 대하여 -

        박광열 한국문화사학회 2007 文化史學 Vol.0 No.27

        Large scale wooden-chamber tombs with stone mounds are constructed on the basin plains of Gyeongju, an ancient capital of Silla dynasty. There have been lots of academic achievements on the origin, period, architecture, limitations or the like of those tombs, but the relics excavated inside tombs are still debated across academic worlds. In particular, as to golden relics for burial originated historically from the early 5th century, there have been two feasible hypotheses proposed: The relics possibly came along with custom of funeral rites from Northeastern Siberia, or came from the inflow of gold from the Xiongnu or Xianbi in central Asian Steppes via Koguryo toward Silla. However, these two hypotheses fail to resolve spatiotemporal issues about the relics. This study took a new approach to social backgrounds and period of gold popularized in Silla dynasty, its possible inflow routes and carrier. As a result, it was found that Silla's golden relics are originated not from the route of Steppes aroundthe Xiongnu or Xianbi, but come from the Silk Road route across countries bordering on Western China by way of Buddhism through ancient China toward Silla. This finding has convincing grounds in that the period of Wolseong-ro #Ga-13 tombs with first golden relics excavated is consistent with the emerging period of early Buddhism transmitted into Silla, and from then on, lotus flower pattern, a typical Buddhist symbol, was used at golden relics buried in the wooden-chamber tombs with stone mounds. Particularly, in further view of golden relics and lacquerware excavated inside southern part of the Great Hwangnam Tomb (estimated as the King Nulji Tomb); Chodu(a bronze vessel) and Buddhism-related ritual vessels excavated inside the gold crown tomb; and Buddhism-related patterns of a funeral footwear excavated from Shingni-Chong Tomb, it is estimated that Silla dynasty around A.D. 5th century had royal families and top elite classes experiencing or relying on Buddhism, contrary to existing historical literatures. 신라 천년고도 경주분지의 평지에는 거대한 적석목곽분이 조영되어 있다. 현재까지 이 무덤의 기원과 연대, 구조와 제한성에 대하여 많은 연구가 있어 어느 정도 성과가 있었지만, 내부에서 출토된 유물에 대해서는 현재까지도 논란의 과정에 놓여있다. 그 중에서도 5세기초부터 부장되는 황금유물은 묘제와 더불어 북방시베리아 계통이라는 설과 초원지대의 흉노나 선비계열의 황금이 고구려를 통해 신라에 이입되었다는 설로 정리되고 있으나, 양쪽 설 모두 시공적 한계를 극복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본고에서는 신라의 황금이 본격적으로 사용하게 된 사회적 배경과 연대, 이입에 대한 경로와 전달자에 대한 새로운 연구를 해보았다. 그 결과 신라의 황금유물의 연원은 흉노나 선비의 중심의 초원스텝 루트가 아니라, 불교의 동전을 매개로한 서역의 실크로드 루트를 따라 중국을 통하여 신라에 전달었음을 밝히게 되었다. 그 근거로 황금이 최초로 출토된 월성로 가-13호분의 연대와 신라에서 초전불교의 시작하는 시기와 일치하며, 이 때부터 시작하여 적석목곽분에 부장된 황금유물에 불교의 상징인 연화문 도상이 사용되었다는 점이다. 특히 눌지왕릉으로 추정되는 황남대총 남분에서 출토된 금제품과 칠기류, 금관총에서 출토된 초두를 비롯한 불교 관련 의식구들, 식리총에서 출토된 식리의 연화문을 비롯하여 불교와 관련된 문양도상에서 볼 때, 문헌의 초전에 대한 기록과 달리 A.D. 5세기 초에는 불교가 신라의 왕경에 전파되었고, 중엽경의 신라는 왕실을 비롯한 최상위 계층에서 불교를 알고 있었거나 수용하고 있었음을 밝히고자 한다.

      • Dynamic Mechanical properties and Thermal properties of Nano-clay/functionalized soybean oil composites

        박광열,홍창국 한국공업화학회 2015 한국공업화학회 연구논문 초록집 Vol.2015 No.0

        The Bio-resin has been used in various fields such as coating agent, plasticizers, adhesive paint, electronic circuit board, construction materials, printing. Also, it has environmental benefits, including a reduction in CO2 emission and the fossil fuel depletion. Nano-clay to reinforce polymer-based composites have raised much attention to academic and industrial sectors due to the addition of small amount of Nano-clay could substantially enhance the mechanical properties of pristine polymers. The functionalized soybean oils, Acrylated epoxidized soybean oil (AESO) and Maleinized Acrylated epoxidized soybean oil) composite with 1, 3, 5, 7wt% of organic modified Nano- clay (Cloistie 20A) were prepared by resin transfer molding (RTM) method. The dynamic mechanical properties of composites were analyzed using DMA and the thermal properties were analyzed using TGA. AS a result, Storage modulus, Tan delta and thermal stability were increased in proportion to both the amount of Nano-clay and the Maleic anhydride molar ratio.

      • KCI등재
      • 종이로부터의 발견

        박광열 성신여자대학교 2000 조형지 Vol.1 No.-

        종이는 오랜 옛날부터 인류의 문명을 유지하는 중요한 물질이었으며 미술에 있어서도 일찍부터 평면회화의 대지로 사용된 이래 회화의 발전에 지대한 업적을 이루어 왔다. 근대 이후 종이는 문자를 쓰거나 그림을 그려 보존하고 유포하는 정보 전달 매체로서의 고유한 기능이외에도 종이의 독특한 특성에 의해 새로운 표현의 소재로써 많은 작가들의 관심을 끌며 조형 작품의 소재로도 널리 활용되어왔고 오늘날 현대미술에서는 독자적인 예술의 한 영역으로 자리를 잡고 있기도 하다. 인류가 종이를 개발한 이래 오늘날 현대 조형예술까지 그 활용의 면면을 살펴보면 크게 나누어 정보전달매체 즉 〈미디어로서의 종이〉와 표현매체 즉 〈소재로서의 종이〉로 대별할 수 있다. 미디어로서의 종이와 소재로서의 종이. 이 두 가지는 서로 대립되는 개념이 아니라 두 가지 모두 어디까지나 종이의 본질적인 개념이며 그 역할과 특질을 서로 주고받으며 진화해 왔다고 할 수 있다. 우리가 작품을 제작하는 데에 있어서 종이의 활용도는 대단히 높은 편이다. 이미지를 정착시키고 보존하는 최종적 재료라는 점에서, 또는 종이 자체를 작품의 소재로 하여 제작하는데 있어 가장 효과적인 표현과 보존을 위해서는 종이라는 재료에 대하여 구체적으로 한번 살펴볼 필요가 있다하겠다. 본문에서는 현대 미술에서 다양한 형태로 응용되어 표현되고있는 종이에 대한 역사, 재료, 제법 등 종이에 관한 일반적인 소양을 소개함과 동시에 종이의 새로운 가능성과 역할에 대하여 함께 생각해 보고자 한다. 소개하는 작품중의 일부는 일본의 유수한 종이산지중의 하나인 이마다테(今立)지방에서 매년 개최하는 PAPER ART WORKSHOP에서 제작된 작품에서 발췌하여 보았다.

      • KCI등재

        삼가마(麻蒸窯) 유적의 연구와 조사방법론

        박광열,손호성 한국문화유산협회 2008 야외고고학 Vol.0 No.4

        인간이 삶을 살아감에 있어서 가장 기본적인 요소는 의식주이다. 그 중에서 의생활을 한다는 것은 추위를 막아주는 기능도 있지만 이보다 더 중요하게 고려해야될 사항은 인간의 존엄성과 성의 정체성을 지켜주는데 있다. 우리나라에서도 선사시대부터 의생활을 하였지만 옷감의 원료가 되는 삼을 재배하기 시작한 것은 원삼국시대로 생각된다. 삼베의 생산 공정에서 가장 중요한 요소는 삼에서 실의 원료를 채취하기 위해 이루어지는 삼찌기 과정이다. 삼을 찌기 위해서는 가마가 축조되어야 하는데, 현재까지 조사된 고고학적 자료로는 삼국시대부터 조사되고 있고, 신석기나 청동기시대는 삼실이 출토되고 있지만 가마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또한 문헌기록으로 볼 때, 원삼국시대부터는 길쌈이 행해 졌고, 적어도 이 시기부터는 삼베가 본격 생산되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물론 삼 재배에 관한 문헌기록으로 보아 삼가마가 원삼국시대 이전부터 축조되어온 것으로 추정되지만, 현재까지 정식 발굴조사되어 보고된 자료를 검토해 보았을 때, 삼을 찌기위한 가마는 삼국시대부터 축조된 것으로 확인된다. 우리나라에서 정식으로 유적에 대한 발굴조사가 이루어진 것은 한 세기가 되었지만 현장에서 삼가마를 인식하게 된 것은 최근의 일이며, 현재도 야외노지, 소성유구, 성격 미상의 가마로 인식하여 보고되는 예가 많은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따라서 본고는 삼베를 생산하는데 가장 중요한 삼가마의 구조와 성격을 밝혀 차후 발굴 현장에서 중요한 자료를 멸실하는 것을 방지하고자 한다. 삼가마의 구조는 기본적으로 발열실, 격벽, 증숙실, 배증구로 구성된다. 형태는 발열실과 증숙실이 합치된 일체형 삼가마와 두 개가 별개인 분리형 삼가마로 구분된다. 일체형 가마는 주로 평지에 입지하며, 열을 조절할 수 있는 기능이 약하여 주로 소규모나 단기간 조업에 유리한 구조를 가지고 있다. 이러한 구조는 전시기에 걸쳐서 축조되지만 대부분이 이른 시기에 많이 사용되었다. 분리형 가마는 경사진 사면에 주로 입지하고 있으며, 열을 조절할 수 있는 격벽이 있어 대량생산이나 장기간 조업이 가능하며, 삼국시대부터 지속적으로 입지와 구조가 변화하면서 사용되어 왔다.삼가마를 조사하는데 있어서 가장 중요하게 고려되어야할 사항으로 분리형 구조의 입지변화에 의해서 증숙실이 사라진 형태가 많이 나와 발열실만 확인되는 경우가 있다. 또한 일체형의 구조는 상부에 노출된 증숙실이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므로 발열실의 소결도와 내부 석재 등을 확인하여야 한다. 그리고 바닥면의 초본류의 분석은 필수적이며, 숯과 소토를 이용한 탄소연대측정이나 고고지자기측정을 필수적으로 행하여 절대연대에 대한 자료의 축적이 이루어져야 한다. Food, clothing and housing are the very basic elements of human life. However, not only does clothing protect us from the cold, it also allows us to preserve our dignity and identify ourselves as human beings. Even though it is probable that clothing was worn in the prehistoric period, clothing made from hemp came to be made from the Proto-Tree Kingdoms period. There are many steps in the processing of hemp fiber. The most important step is steaming the hemp, which makes the hemp fibers soft and strong, allowing them to be used as thread. In order to steam hemp, a kiln is required, and based on ancient records and the results of the most current archaeological excavations it appears that the first hemp kilns were used in the Three Kingdoms period. Unfortunately, it is only recently that hemp kilns have been recognized as such during excavation; previously they had been recognized as something else. The purpose of this study, therefore, is to prevent further loss of archaeological data concerning ancient hemp kilns by helping archaeologists recognize the structures in the field. There are two types of hemp kilns, one being the single-structure kiln and the other being the separated structure kiln. The former was small, located on flat ground and relatively early in date. It was difficult to control the strength of fire in this type of kiln. The latter, on the other hand, was large, located along the slope of a mountain, and allowed easy control of fire. Because the separated structure kiln was more effective, it was used for a long time. To excavate such kiln structures accurately, it is very important to consider the location, structure, and other aspects of the hemp kiln. In addition, the application of radiocarbon and paleomagnetic dating methods are essential for accurate studies in the future.

      • Thermal analysis of based on Maleinized acrylated epoxidized soybean oil/Zirconium compounds composites

        박광열,홍창국 한국공업화학회 2015 한국공업화학회 연구논문 초록집 Vol.2015 No.0

        Zirconium forms a variety of inorganic and organometallic compounds. Zirconium powder form is highly flammable, but the solid form is resist ignition. The common zirconium compounds are zirconium dioxide (sometimes known as zirconia) and zirconium silicate. The great majority of zirconium compounds are used directly in a variety of high temperature applications. Zirconium dioxide has exceptional chemical resistance and facture toughness. Zirconium silicate has high thermal stability. Functionalized soybean oil(Maleinized acrylated epoxidized soybean oil, MAESO) has been used coating agent, adhesive paint, construction materials. The MAESO composites with 1, 3, 5wt% of zirconium silicate and zirconium dioxide were prepared. The thermal stable properties of composites were analyzed using Thermo-gravimetric analysis/Differential thermal gravimetric (TGA-DTG). AS a result, thermal stability were increased in proportion to the amount of zirconium compounds ratio.

      • 2P-257 Study on the rheological and the mechanical properties of Nanoclay reinforced Ethylene-Propylene-Diene-Monomer rubber nanocomposites

        박광열,홍창국 한국공업화학회 2017 한국공업화학회 연구논문 초록집 Vol.2017 No.1

        In recent years, Ethylene-propylene-diene-monomer (EPDM) rubber has been studied to replace fluorine rubber used in vehicle gasket. Nanoclay can be used to improve properties by incorporating low contents in the polymer matrix compared with traditional fillers. These characteristics include strength and storage modulus, heat resistance, thermal stability, gas barrier properties etc. In this study, three kinds of nanoclay/EPDM nanocomposite were prepared with peroxide curing system. Used nanoclay is as follows: Na+ MMT, Cloisite 15A, Cloisite 20A. The experimental results from X-ray diffraction (XRD) and transmission electron microscopy (TEM), atomic force microscopy (AFM) showed that EPDM intercalated the nanoclay galleries. And the rheological properties of EPDM/nanoclay nanocomposites were analyzed by Oscillation disk rheometer (ODR), Moving die Rheometer (MDR) and Capillary rheometer. Mechanical properties were measured by tensile strength and elongation.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