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한국 산재보험체계의 과실책임주의 한계와 자치관리운영원리의 활용

          문혜영 ( Hye-young¸ Mun ),차성환 ( Seong Hwan¸ Cha ) 21세기기독교사회문화아카데미 2020 신학과 사회 Vol.24 No.1

          한국의 산재보험체계는 산재 인정과정에서부터 피해 보상까지 모든 산재 입증 책임을 재해근로자에게 부여하고 있다. 이로 인해 근로자는 산재피해와 더불어 입증책임까지 근로복지공단에 규명해야 산재보험의 혜택을 제대로 받을 수 있는 어려운 상황에 부닥쳐 있다. 반면, 독일 산재보험체계는 재해근로자의 산재입증이 아닌 자치관리운영권을 가진 산재보험조합 소속 행정직원의 직권으로 절차가 진행된다. 이러한 산재 인정을 둘러싼 한국 근로복지공단의 부조리와 그 실태를 심사과정 관련 통계자료를 분석하여 드러냄으로써 근로자들이 구체적으로 왜 피해를 보게 되는지를 해명하고자 한다. 아울러 독일의 산재보험조합이 건강보험조합과 협력하여 근로자의 산업재해를 효과적으로 보장하는 방법을 병행·분석해 보임으로써 한국의 경우를 객관화시키고자 했다. 이러한 분석을 통해서 한국 산재보험체계의 한계를 극복하고 독일 산재보험체계의 모범을 따라서 모든 근로자가 산재로부터 보호받는 체계로 발전해 갈 수 있는 하나의 계기를 제시하고자 한다. 그것은 국가의 강제보험체계가 아니라 근로자와 사용자의 자치관리운영기구를 활용하는 방식이다. 이는 산재보험의 자치관리운영체계로의 제도개선 방향과 사회적 인식 제고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다. System of Korean Workers’ Compensation Insurance (hereinafter called WCI) is being shifting the responsibility of proving industrial accidents onto the injured. This makes it difficult for the injured workers to properly be compensated. On the other hand, the system of German WCI grants its WCI union self-administrative operating rights and administrative staffs of the union, based on their own judgement, do all the necessary things including the proving industrial accidents on behalf of the injure. We would like to explain why the employees suffer financial damage by analyzing the data concerning the improperness of approving industrial disaster which has been done within Korea Workers' Compensation & Welfare Service German WCI union and German health insurance work in cooperation. By analyzing and juxtaposing the way how this cooperation effectively guarantees their workers’ industrial disaster, we’d like to objectify the way how our WCI handles the same. With these analyses, we’d like to suggest a momentum that we overcome the limitation of Korean WCI and follow the German WCI standard in order for all the workers to be protected from industrial disaster. The method we suggest here is not the compulsory implementation of WCI led by the government, but the way how to mobilize the Self-governing Management system established by the workers and users. This method could help shifting of system change from present rigid WCI to Self-governing Management system of WCI and help contribute to people’s reconsideration toward the improved system.

        • 비골-가자미근 유리피판술을 이용한 족부의 골 및 연부 조직 결손 재건

          문혜영,노태석,이혜경,탁관철,Mun, Hye-Young,Roh, Tai-Suk,Lee, Hye-Kyung,Tark, Kwan-Chul 대한미세수술학회 2001 Archives of reconstructive microsurgery Vol.10 No.1

          The injury on the dorsum of foot is usually manifested in the defect of bone and soft tissue, so its reconstruction requires composite tissue. Free flap satisfies this defect but its indication is determined by the defect size, recipient status and so on. Iliac crest bone and fibular bone are useful bone flap but in more than 8cm defect, fibular flap is more useful. The drawback of fibular free flap is the absence of soft-tissue coverage, so another local flap and myocutaneous flap must be added. Fibula-hemisoleus ostemusculocutaneous free flap has been used for the reconstruction of upper and lower extremity. Its advantages are one stage operation, one donor site and the flexibility of the reconstruction with the use of muscle, bone, and skin. This flap has never been reported for the reconstruction of dorsum of foot. In our case, 20-year-old woman was referred with the 17 cm defect of 1st metatarsal bone and $16{\times}8cm$ sized soft tissue loss on the dorsum of the right foot. We reconstructed successfully the dorsum of foot with fibula-hemisoleus osteomusculocutaneous free flap and the patient can walk without crutches after 6 monthes.

        • KCI등재

          고등학교 1학년 함수단원 문제해결에서의 오류에 대한 분석

          문혜영,김응환,Mun, Hye-Young,Kim, Yung-Hwan 한국학교수학회 2011 韓國學校數學會論文集 Vol.14 No.3

          본 논문은 수학문제해결 과정에서 고등학교 1학년 학생들이 공통적으로 범하는 실수 즉 오류를 분석을 통하여 수학의 교수학습방법의 보완을 위한 범례를 제시하고자 한다. 교사들 에게 제공되는 학생들의 수학적 지식에 대한 이해 정도 및 쉽게 빠지는 오류, 수학문제에 접근하는 방법 및 잘못된 해결 전략 등의 정보는 대체로 학생들의 오류를 분석함으로써 얻어 질 수 있다. 실제로 많은 학생들이 고교수학을 어렵게 느끼는데 그 중 특히 '함수'문제에서 막연한 어려움과 부담감을 느끼며 함수와 관련된 문제풀이에서 많은 실패를 겪고 있다. 구체 적으로 본 연구에서는 고등학교 1학년 학생들의 함수단원 문제해결 과정에서 보이는 오류를 분석하여 함수단원 수학문제해결능력을 키우고자 충남의 ${\bigcirc}{\bigcirc}$고등학교 1학년 학생 90명을 대상으로 함수단원 8문제로 구성된 검사지를 풀게 하고 그것을 토대로 오류를 분석하였다. 그 결과 학생들의 오류에서 몇 가지 공통적인 패턴이 있음을 발견하고 이것을 7가지 오류 분류 패턴을 설정하고 이를 분석하여 이를 보완할 수 있는 방법을 탐구하였다. 본 연구에서 나타난 결과를 토대로 학교현장에 투입하여 수학교육의 개선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 The purpose of mathematics education is to develop the ability of transforming various problems in general situations into mathematics problems and then solving the problem mathematically. Various teaching-learning methods for improving the ability of the mathematics problem-solving can be tried. However, it is necessary to choose an appropriate teaching-learning method after figuring out students' level of understanding the mathematics learning or their problem-solving strategies. The error analysis is helpful for mathematics learning by providing teachers more efficient teaching strategies and by letting students know the cause of failure and then find a correct way. The following subjects were set up and analyzed. First, the error classification pattern was set up. Second, the errors in the solving process of the function problems were analyzed according to the error classification pattern. For this study, the survey was conducted to 90 first grade students of ${\bigcirc}{\bigcirc}$high school in Chung-nam. They were asked to solve 8 problems in the function part. The following error classification patterns were set up by referring to the preceding studies about the error and the error patterns shown in the survey. (1)Misused Data, (2)Misinterpreted Language, (3)Logically Invalid Inference, (4)Distorted Theorem or Definition, (5)Unverified Solution, (6)Technical Errors, (7)Discontinuance of solving process The results of the analysis of errors due to the above error classification pattern were given below First, students don't understand the concept of the function completely. Even if they do, they lack in the application ability. Second, students make many mistakes when they interpret the mathematics problem into different types of languages such as equations, signals, graphs, and figures. Third, students misuse or ignore the data given in the problem. Fourth, students often give up or never try the solving process. The research on the error analysis should be done further because it provides the useful information for the teaching-learning process.

        • KCI등재

          한국 건강보험통합의 정책실패와 그 사회적 파급효과

          차성환 ( Seong Hwan Cha ),문혜영 ( Hye Young Mun ) 한국사회역사학회 2015 담론 201 Vol.18 No.1

          이 글은 한국 사회보험제도의 하나인 건강보험 통합정책의 실패와 그 사회적 파급효과를 학문적으로 규명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사회보험제도는 산업생산에 참여하는 모든 근로 계층에게 자신들의 근로소득에 비례한 기본생활의 보장을 목 적으로 한다. 그것은 자본계층에 계속 집중되는 부를 노동자계급의 주체성과 자율 성을 해치지 않으면서 그들에게 재분배시키는 제도적 장치이다. 이는 자본계급이 노동계급의 사회보험료 절반을 부담하는 것을 통해서 실현된다. 그러나 한국 정부는 건강보험의 통합을 통해 산업노동과정에 참여하지 않는 소외계층에게 현대의 노동계급인 직장가입자집단의 보험료를 재분배시키고 있다. 이것은 사회보험의 재분배 기능을 왜곡하는 것이다. 곧, 통합건강보험체계는 정부 에 의한 일종의 근로계층 보험료 착취체계로 전락한다. 국가는 자본주의 생산체계 아래에서 다양하게 창출되는 부로부터 거두어들인 일반 조세를 통해 소외 계층의 생활을 보장하는 것이 분배적 정의에 부합되기 때문이다. 건강보험통합 이후 유일한 건강보험자인 건강보험관리공단은 보험재정의 기여 자인 근로자계층과 고용주계층을 관리·운영 주체에서 완전히 소외시켰다. 이는 막 대한 보험 재정 누수 현상을 막거나 예방하지 못하는 결과를 가져왔다. 정부는 이 러한 관리운영체계를 통해서 합법을 가장해 광범위한 근로계층의 보험료를 약탈할 수 있었다. 곧, 공무원과 사립학교교직원의 정부가 부담해야 할 천문학적 보험료를체납했다. 그뿐만 아니라 저소득층과 취약계층의 의료보장을 위한 정부의 공공부조재원을 헌법이 규정한 일반조세로 마련하지 않고, 근로자와 고용주계층의 사적 재산인 보험료로 대체했다. 그 결과로 근로계층은 매년 인상된 보험료를 내면서도 50% 수준의 낮은 보장 혜택이라는 정체의 늪에 빠져 있다. 이들은 가계 빚이 계속 느는데도 사보험 의존 을 심화시키는 모순에 노출되어 있다. 이글은 현재 정부가 근로계층의 건강보험료 약탈정책을 중단하는 것만으로도 한국의 근로계층은 5.33% 보험료로 100% 의료보장의 혜택을 받게 되어 안정적인 기본생활을 영위할 수 있게 된다고 결론 내린다. This article attempts to examine the failure of the integration of health insurance policy and its social impact in Korea. The social insurance system has the goal of securing the basic life of industrial workers in proportion to their incomes. Thus it is a redistributive system of social wealth that is unequally accumulated to the capitalists while not destroying the subjectivity and autonomy of the workers. Capitalists helps achieve such a goal of social insurance by paying the half expenses of the workers. However, through the integration of health insurance policy, the Korean government gives the benefit of insurance resources of workers to the alienated class who in fact do not participate in the industry. This is not fair and a distortion of the redistributive function of social insurance. For the redistributive justice of social wealth can be achieved by caring alienated class through the general tax from various incomes in capitalistic production system. After the integration of the health insurances, the National Insurance Services, which is the sole insurer of Korea, estranged the worker as well as the owners of the industry, who are the real payers of the insurance fees, from the management and operation of the insurance system. This results in the massive loss and failure of stopping the loss of insurance finances. Thus, through this disguise of lawful insurance management system, the Korean government is able to despoil the massive sum of insurance money of the workers. That is, the massive amount of insurance fees of the government workers and school teachers was not payed. More than that, public assistance resources for thehealth insurance of the poor and alienated classes, which were supposed to be financed by general tax, were indeed substituted by the workers’ insurance fees. The result of this is that the more pay and the less coverage of the workers. Workers pay more and more every year but get less and less coverage every year in return. Therefore, they are in the danger of relying on the private insurance even though they are under pressure of serious family debts. Thus, this article strongly maintains that, by stopping the Korean government looting insurance policy of the workers, the workers can enjoy almost the full coverage benefit with much less payment.

        • KCI등재

          2013년 사회보장기본법 개정과 중산층 노후소득보장

          차성환 ( Seong Hwan Cha ),문혜영 ( Hye Young Mun ) 한국사회역사학회 2014 담론 201 Vol.17 No.3

          이 글은 2013년 사회보장기본법 개정의 사회 정책적 의의를 규명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지금까지 사회보장정책의 법적 근거를 제공해주고 있던 사회보장기본법의 이념은 2013년 기본법의 전면개정에 의해 획기적으로 변동되었다. 곧, 정부는 사회보장기본법 개정을 통해서 이제까지 추진해온 중상위소득계층의 희생을 전제로 한 빈곤문제 중심의 사회보장정책 포기를 선언하고 있다. 그것은 한국 정부가 사회 중산층 속에서 강력하게 분출되는 사회보장 욕구들을 더 이상은 외면할 수 없는 상황에 처해있음을 보여준다. 그렇지만 개정 기본법에서 중산층 근로자들의 사회보장욕구를 충족시킬 수 있는 법적 근거를 마련하고 있지는 않다. 우리는 국민연금보험제도의 분석을 통해서 중상위층을 희생시켜서 빈곤층 문제를 쉽게 해결해왔다는 사실을 실증하려고 시도했다. 곧, 국민연금보험체계에 내재해 있는 계층 간 재분배시스템을 분석해 보았다. 그것은 저소득층과 생활보호대상층을 위해서 중상위 소득 가입자계층의 보험료 중 고용주 부담금을 희생시킴으로써 그들의 기본생활보장 자체를 위협받게 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국민연금보험공단의 관리운영체계 내에서 고용주와 일반노동자 가입자들에게 그들이 직접적인 이해당사자 임에도 불구하고 국가의 억압적 경향을 견제하면서 자신들의 이익을 담보할 수 있는 어떤 제도적 장치도 마련되어 있지 않은 실정이다. his study examines the meaning of social insurance policy of Korea by analyzing the new legislation of 2013 social basic insurance law. Since 2013, the ideology of social insurance law, which had been working as a corner stone of the past social insurance policies, has significantly changed. That is, through the new legislation of the law, the administration of Korean government apparently declared its abandonment of solving poverty problem based on the sacrifice of middle and upper middle class, which had been a major part of previous social insurance policy. This clearly shows that the Korean government is pushed into the situation that cannot ignore anymore the strong demands of social insurance policy from middle class. However, the authors argue that this new legislation of the law does not meet the legal desire of the middle class`` social insurance policy. Through the analysis of previous state pension systems, the authors of this article tries to prove the fact that the Korean government has been solving easily the social poverty problem by the sacrifice of middle class. The authors analyze the working retribution programs of state pension system between the classes. What is known is that the beneficiary of the members of the middle and upper middle class has been threatened for the protection of the lower classes through cutting of employers`` burden. Also, though both the employers and employee are the beneficiary of the state pension system, they are entirely excluded from any operation of the pension program. They are systematically estranged from raising their voices in order to change the government``s one way operation of state pension program.

        • KCI등재

          국립대병원 직원들의 사학연금체계 전환이 갖는 사회 정책적 의미

          차성환 ( Seong-hwan Cha ),문혜영 ( Hye-young Mun ) 21세기기독교사회문화아카데미 2016 신학과 사회 Vol.13 No.-

          이 글은 국립대병원 직원들이 국민연금체계 가입대상에서 사학연금체계의 그것으로 전환이 갖는 사회 정책적 의미를 1차 자료를 통해 규명하는 데 지향되어 있다. 국립대병원 직원 2만 4천여 명은 2016년 3월 1일부로 노후소득보장기능을 거의 하지 못하는 국민연금체계의 족쇄로부터 풀려나 노후에 적정연금소득을 보장받는 특수직역연금체계의 하나인 사학연금체계의 가입 대상자가 되었다. 필자들은 국립대병원의 독립법인화와 연금체계 전환, 사학연금체계와 국민연금체계의 급여 구조 비교, 퇴직금의 연금 전환을 통한 고용주부담금 감소의 의미, 국민연금체계의 존립을 위한 재분배시스템, 고령화 시대의 도전과 국민연금체계의 대응방식, 국립대병원 직원이 국가로부터 받은 혜택 등으로 나누어 연구를 진행했다. 국립대병원 직원들은 사학연금체계에 강제적으로 편입되어 노후에 받게 되는 퇴직금(8.3%)을 연금으로 전환하고, 매월 자신의 임금 중 8%를 연금화함으로써 개인이나 개별가정으로서는 피하기 매우 어려운 노후빈곤문제를 극복하고 노후적정소득(노동기간 임금의 57%)을 보장받게 되었다. 이 연구를 통해 국립대병원 직원과 같은 처지에 있는 비영리법인과 단체, 그리고 사회복지단체 종사자들을 같은 방식으로 임시방편적이긴 해도 구제해줄 필요가 있다는 정책적 제언을 하고 싶다. 가칭 “비영리사회단체” 소득비례형 연금체계를 만들어 배정하는 방식을 통해서이다. 그러면 이들 사회서비스 종사자들은 국가·사회의 기본질서를 유지하고 수호하는 데에 앞장서는 독자적인 시민사회계층으로 확고하게 발전할 것이다. 아울러 이들이 속한 단체들이 공통으로 겪고 있는 재정적인 어려움을 정부의 추가적인 재정지원 없이도 상당한 정도로 경감시킬 수 있다. This article is to examine the social policy meaning of the transition of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employee`s pension system using first hand materials. About 24,000 employees of national university hospitals are entitled to join Private School Pension System (Korea Teachers Pension) beginning March 1, 2016, emancipated from the shackles of National Pension System which had hardly played the role of securing a comfortable retired life. Different from National Pension System, as a Specific Corporate Pensions(SPC), the Private School Pension System is able to secure a proper income for its retired members. The authors have carried their researches in the following areas. The institutionalization of national university hospitals and transition of pension system; comparison between incomes of Private School Pension and National Pension System; the meaning of decrease of employers burden from the transition retirement payment into pension, the retribution system for the survival of National Pension System, the challenge of aged age and response of National Pension System, the benefit of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employee from government, etc. The employees of national university hospitals are enforced to join the Private School Pension System transforming their retirement payments into pension (8.3 %), and paying pension funds out of 8% of their monthly salary. Thus, they may be able to overcome the possible poverty after their retirement securing proper income (57% of their average income). This study further suggests that similar policy needs to be applied to the employees of the Nonprofit organizations, institutions, and social welfare institutions. This can be done by creating the so-called non profit organization pension system covers by the rate of the income of the beneficiary. Then these social service workers will keep and defend the basic orders of society by being independent middle class of the civil society. In addition, all of these organizations may be able to reduce the financial burden without further assistance from the government.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