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논 토양 및 현미중 Imidacloprid의 잔류성

          문영희,양희혁,Moon, Young-Hee,Rang, Hee-Hyouk 한국환경농학회 1999 한국환경농학회지 Vol.18 No.4

          논 토양과 현미 중 살충제 imidacloprid의 잔류성을 조사한 결과는 다음과 같다. 실내 조건의 토양 중 imidacloprid의 분해속도는 1차 반응식에 따랐으며 토양온도 및 토양 종류에 크게 영향을 받았다. $18-23^{\circ}C$의 토양중 imidacloprid의 반감기는 증식토에서 66.7-96.3일, 식양토에서 56.8-117.5일이었다. Arrhenius activation energy는 증식토에서 25.5KJ/mol, 식양토에서 50.3KJ/mol이었다. 포장조건하의 토양 중 imidacloprid의 분해는 처리 초기에는 매우 빨랐으나 점점 분해속도가 느려 1차반감기는 약 10일 정도이었으나 2차, 3차 반감기는 점점 길어져 처리량의 90%까지 분해되는데는 약 120일이 소요되었다. 현미 중 imidacloprid의 잔류량은 검출한계 0.01ppm이하이었다. The residue of imidacloprid in hulled rice and paddy soil was investigated. In laboratory conditions, the degradation of imidacloprid in the soils followed first-order reaction kinetic. The rate of degradation was influenced by soil temperature and soil type. The half-life of imidacloprid at $18-28^{\circ}C$ was 66.7-96.3 days in the heavy clay soil and 56.8-117.5 days in the clay loam soil. Arrhenius activation energy obtained from the temperature experiment was 25.5 KJ/mol in heavy clay soil and 50.3 KJ/mol in clay loam soil. In paddy field, the degradation of imidacloprid was fast during the initial period but the degradation rate was gradually slow. About 10 % of the initial amount remained in the soil 120 day after the application. The residual amount of imidacloprid in rice was below the detection limit, 0.01 ppm. The residue level in rice was lower than MRL 0.05ppm in Korea.

        • KCI등재

          학대피해아동 보호를 위한 시스템의 효율화 방안

          문영희(Moon, Young-Hee) 한국피해자학회 2010 被害者學硏究 Vol.18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In the event that a child’s life or safety is threatened by severe abuse or neglect, removing the child from abusive parents or guardians in order to protect their welfare should be considered the highest priority. It is the duty of parents to provide the best form of protection to their child, however, if this duty is not satisfactorily fulfilled, the role of government in transferring the child to a place for alternative nurturing should be justified. In order to resolve these issues, social consensus between government and the people regarding unification of the service system in order for government to intervene in instances of abuse by family members and the service of social community care for the child should be achieved before anything else. A delivery system for the child protective service in South Korea consists of administrative system, which plans, supports, and manages the child protective service, and a system of implementation to deliver the service directly to the recipient. Providing the relationship between these two systems is well-balanced and complimentary, it would be an effective delivery system with high satisfaction from recipients. In addition to the before mentioned systems, several principles should first be met, such as professionalism by child specialists at the time of service, provision of the proper service for the appropriate level, integration between services, diversity in supplying various services simultaneously, durability, responsibility and accessibility of services.

        • KCI등재
        • KCI등재

          연구논문 : 법정책학연구논문 ; 「학교폭력 예방 및 대책에 관한 법률」의 성격에 대한 검토 및 그 개정방향

          문영희 ( Young Hee Moon ),강동욱 ( Dong Wook Kang ) 한국법정책학회 2015 법과 정책연구 Vol.15 No.1

          우리나라에서는 1990년대 중반 이후부터 학교폭력의 심각성이 대두되었다. 이에 시민단체를 중심으로 하여 학교폭력근절을 위한 강력한 대책을 강구할 것이 요청되었으며, 국가에서는 그 대책의 일환으로 2004년 1월 29일 「학교폭력 예방 및 대책에 관한 법률」을 제정하였다. 동법은 학교폭력의 예방과 대책을 위한 정책 및 제도에 대해 규정함과 동시에 가해자나 피해자가 학생이라는 점을 고려하여 교육적 차원에서 처벌보다는 교정을 목적으로 민o형사상 절차가 아닌 특별한 절차를 마련하여 해결하도록 하고 있다. 이후 동법은 2014년 7월 현재에 이르기까지 총 6차례에 걸쳐 개정이 이루어져 현재에 이르고 있다. 하지만 동법은 가해학생의 조치와 관련하여 다른 법률이 없는 경우에만 적용되는 보충적인 법률에 불과하고, 가해학생에 대한 형사처벌의 여지를 그대로 지니고 있다. 따라서 분쟁조정절차를 비롯한 동법상 사건처리절차가 사실상 구속력을 갖지 못하고 있으며, 징계조치를 통한 가해학생의 개선효과도 기대하기 어려운 실정이다. 이에 본고에서는 동법의 입법과정 및 제o개정에 관한 고찰을 전제로 하여 통 법이 행정특별법이면서 징계법으로서의 성격을 명확히 한 다음, 동법이 입법목적에 맞게 학교폭력 예방 및 가해학생의 선도o교육에 적합한 개정방향을 제시하였다. 즉, 가해학생의 조치에 있어서는 제1차적으로 동법을 적용하여 정계조치 이지만 준사법적 효과를 부여함으로써 동법이 학교폭력사건 처리를 위한 기본법으로서 기능하도록 개정할 것을 제안하였다. 다만, 예외적으로 사건이 중한 경우 등 일정한 경우에는 자치위원회의 심의에 따라 수사기관 또는 법원에 의뢰하여 형사사법절차에 의해 처리할 것을 주장하였다. In South Korea, since the mid-1990s, many students committed suicide because of the school violence or performed poorly in school due to serious mental harm with the school violence. So civic organization asked to take serious measures for extermination of school violence. In response to national level, the government prepared several measures for extermination of school violence and enacted 「Act on the Prevention of and Countermeasures against Violence in Schools」 at the same time as the part of the countermeasure on January 29 2004. This Act have features that offer the way to solve by regulating policies and regulations for Prevention of and Countermeasures against Violence in schools, taking into account the fact that assailant and victim is a student, and providing special procedure in educational level for the purpose of calibration rather than conventional civil and criminal procedures for punishment. Since then, This Act was amended over a total of six times until July 2014. However, the act is only a supplementary law which is applicable only if there is no law related to assailant student applying measure, and it still has a lot of criminal penalties for assailant students so that it is very difficult to have binding force on this Act`s procedures including dispute resolution procedure. Therefore, the improvement of assailant student through disciplinary action is difficult to expect. In this paper, by clarifying the character as administrative law as a discipline law based upon the premise of study on legislative process and enactment & amendment of this Act, I tried to propose suitable revised provision on prevention of school violence and leading & educating of assailant student according to the legislative purpose. That is, I assist to grant the ``quasi-judicial effect`` on measures and decisions of the committee of school violence and to revise this Act to the fundamental law in treating school violence incidents. But I suggest the introduction of the system that the upper committee can exceptionally bring a assailant student to a investigative agency or court in the severe cases.

        • KCI등재

          주요 5종의 농작물 중 butachlor의 잔류 monitoring

          문영희(Young-Hee Moon) 한국농약과학회 2001 농약과학회지 Vol.5 No.1

          수도용 제초제 butachlor의 작물잔류성을 조사할 목적으로 주산단지 및 광주, 대구, 부산지역의 시장에서 쌀, 보리, 마늘 양파, 딸기 등 106점의 시료를 채취하여 잔류량을 분석하였다. 제초제 butachlor가 등록되어 있는 작물의 수확물 중 쌀 27점과 보리 15점에서 butachlor가 검출되지 않았으며, 또한 벼 재배 후 이모작으로 재배되는 작물인 마늘 21점, 양파 18점, 딸기 18점에서도 검출되지 않았다. This study was conducted to monitor the residue of the herbicide butachlor in major crops. The residue monitoring covered 106 samples of rice, barley, garlic, onion, and strawberry colledted from markets of intensive cultivation area including Kwangju, Daegu, and Pusan. The residue levels in 27 sample of polished rice produced by applying the herbicide were. below the detection limits adopted analytical method. The residue levels in 21 sample of garlic, 18 sample of onion, and 18 sample of strawberry which were succeeding crops after paddy rice were also below the detection limits. In consequent, all the samples resulted safe status in terms of the butachlor residue level in agricultural produce.

        • KCI등재

          「학교폭력 예방 및 대책에 관한 법률」의 적용범위 및 피해자보호제도에 관한 비판적 검토와 그 개선방안

          문영희 ( Young Hee Moon ),강동욱 ( Dong Wook Kang ) 제주대학교 법과정책연구소 2015 法과 政策 Vol.21 No.1

          정부에서는 학교폭력을 근절을 위한 대책방안으로 2004년 1월 29일 「학교폭력 예방 및 대책에 관한 법률」을 제정하였다. 이후 2014년 7월 현재에 이르기까지 총 6차례에 걸쳐 동법을 개정하는 과정에서 학교폭력의 예방을 위한 제도개선에 주력하면서도 다른 한편에서는 학교폭력의 유형을 확대하고 그 적용대상을 확장하는 한편, 학교폭력사건의 해결에 있어서 가해학생에 대한 조치를 강화하는 방향으로 이루어져 왔다. 이에 비해 동법의 입법목적 중의 하나인 피해학생의 보호에 관한 부분은 빈약하다. 이에 본고에서는 동법상 학교폭력의 개념의 확대 및 그 적용대상의 확장과 피해학생의 보호제도에 대하여 선행연구를 바탕으로 분석·검토한 후 그 개선방안을 제시하였다. 먼저 동법에서 학교폭력의 개념을 확대하여 새로운 유형의 폭력행위를 포함시키는 것은 피해학생의 보호강화를 위해 바람직한 태도이다. 다만, 폭력행위 유형에 대한 동법에서의 의미와 가해자에 대한 형사처벌을 목적으로 폭력행위를 규율하고 있는 형사법상 의미는 각각 입법목적이 다르므로 동일할 수는 없다. 따라서 법적용상의 혼란을 방지하기 위하여 그 개념 정의를 명확해 둘 필요는 있다. 그리고 동법에서 학교 내외에서의 학생에 대한 폭력으로 확대한 것에서 한걸음 더 나아가 교사에 대한 학생폭력이 증가하고 있으므로 학생의 대교사폭력도 적용범위에 포함시킬 필요가 있다. 한편, 동법의 입법목적인 학교폭력의 예방을 통한 피해학생의 보호와 피해의 최소화 및 빠른 피해회복을 위하여 피해학생의 권익보호와 피해회복을 위한 내용의 보완이 시급히 요구된다. 특히, 피해학생이 겪게 되는 정신적 피해는 더욱 심각한 실정에 있으므로 상담·치료 등에 대해서는 국가적 차원에서의 체계적인 도움이 요구된다. 나아가 피해학생의 회복과 올바른 성장을 위하여 학교폭력의 피해학생에 대해서 일반범죄 피해자에 준하는 법적 보장을 받을 수 있도록 조치할 필요가 있다. In January 29, 2004, the government enacted 「Act on the Prevention of and Countermeasures against Violence in Schools」 as measures for elimination of school violence. Since then up to July 2014 currently, during over a total six times of process amending this Act, it was mainly focused on improvement of system for the prevention of school violence. On the other hand, while expanding the types of school violence and application target, measure has been made in the direction of strengthening the measures imposed on assailant students in resolving school violence. In contrast, protection of victim student, the one of legislative purpose of this Act, is poor. In this paper, after analyzes and reviews on previous studies about expansion of the concept of school violence and subject of application student, I suggested the improvement plan. First, expanding the concept of school violence and including a new type of violence in this Act are desirable attitude to enhance the protection of victims. However, the meaning of the type of violence on this Act and criminal law governing the act of violence for the purpose of criminal penalties for offenders are different. Thus, clarifying the definition of that concept is necessary to prevent legal confusion. Moreover, one step further of expansion into violence against students in schools and out, reflecting the reality that violence on teachers has increased, violence against teachers of students also need to be included in the coverage. On the other hand, It is required complement of contents for the rights and interest protection and damage recovery of victims for minimizing damage and rapid damage recovery to achieve the legislative purpose of this Act - the prevention of school violence. In particular, since the victims’ mental damage is in more serious circumstances, systematic consultation-treatment support at the national level is required. Furthermore, violence victims should be assured legal guarantee equivalent to general crime victims for theirs quick recovery and right growth.

        • 범죄피해자 지원과 사회복지적 함의

          문영희(Young-Hee Moon) 한국피해자복지학회 2008 피해자복지연구 Vol.-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그동안 범죄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범죄를 법의 기준으로 정의하고 처벌의 수위와 범죄자의 처우를 통해 범죄를 예방하고자 상당한 노력을 기울여왔지만, 이러한 기존의 범죄에 대한 개념과 예방책은 범죄자의 입장에서만 정의된 것으 로서, 피해자에 대한 고려가 부족하고, 범죄발생률과 재범률이 계속해서 증가하는 등 충분한 예방책을 제시하지 못한 한계를 가진다. 이러한 한계는 범죄와 범죄예방을 위한 관점을 범죄자에 초점을 맞추던 방법에서 피해자에게로 관심이 넘어오게 하였으며 또한, 범죄를 유발시키는 피해자의 책임측면에서 피해자의 권리측면으로 피해자를 바라보게 하였다고 할 수 있다. 늦은 감은 있지만 피해자를 위한 이론적인 연구뿐만 아니라, 실제로 피해자들의 범죄피해회복을 돕는 국가와 민간지원단체의 지원을 일구어낸 결과이기도 하다. 좀 더 적극적으로 범죄피해자들을 돕고자 하기위해서는 많은 민간지원단체의 전문적이고 지속적인 연계를 통해서 해결해야 할 것이다. 특히, 기존에 있는 사회복지적 시스템과의 긴밀한 연계를 통한 좀 더 현실적인 범죄피해보상이 이루어질 때야 말로, 피해자들을 위한 진정한 피해보상차원이 될 것이라고 사료된다. Although there were a lot of efforts such as establishments of definitions to the crimes with the standard of law through the level of punishment and treatment to the criminals to solve the problems of crimes, however these existing general idea and perventive measure to crimes were defined at the aspects of criminals. Therefore, it is lack of consideration to victims and rates of crimes and second offences has been continuously increased which means there are not enough preventive measures in current situation. It would be true that these limits has changed the point of view on crime and its prevention from criminal to victim, and also focus on the right of victim rather than responsibility of victim causing crime. Although it is little bit late, however it brought not only theoretical researches for victims but also actual support of government and private associations. Interest from government and many private support associations in helping quick recovery from criminal damages, and especially achievement of more practical compensation for criminal damages through close cooperations with existing social welfare systems would be true meaning of compensation for criminal damage.

        • KCI등재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