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우수등재

          관내마찰저항 시험장치를 활용한 콘크리트의 관내 유동 및 마찰저항 특성의 평가에 관한 연구

          김형래,조호규,권대훈,Kim, Hyung-Rae,Jo, Ho-Kyoo,Kwon, Dae-Hun 대한건축학회 2011 대한건축학회논문집 Vol.27 No.11

          The establishment of the technology for evaluating friction resistance and pipe pressure and the relation of the fluid characteristics and pumpability of concrete is essential for the evaluation of concrete pumping performance for high speed construction of super-tall building. So, this study focuses on quantitative evaluation of concrete fluid characteristics and surface friction resistance under the change of concrete mix proportion and pumping condition. For this, we developed temporary horizontal pumping evaluation system to measure pipe pressure and surface friction characteristics. And, relations between concrete mix proportion and pressure characteristics was investigated by experiment. As the result of the experiment, high regression between the surface friction and pressure gradient was confirmed. And, It means that it is able to evaluate the friction resistance between concrete and pipe by means of the pumping system that includes frictional resistance testing pipe.

        • KCI등재

          환대의 윤리학으로 본 미하엘 하네케의 <해피 엔드>

          김형래 한국뷔히너학회 2020 뷔히너와 현대문학 Vol.0 No.54

          In der vorliegenden Arbeit geht es um eine Analyse von Michael Hanekes Film Happy End. Dafür wird der Begriff der Hospitalität, den Jacques Derrida 1996 entwickelte, als Grundlage für ein Analyseverfahren verwendet. Der Film zeigt uns den Zusammenbruch einer drei Generationen-Familie. Zuerst wird im Fillm das Fehlschlagen der Hospitalität unter den Familienmitgliedern behandelt. Dann erweitert sich das Thema zu Immigrationsproblemen und Hospitalität in Westeuropa. Nach Derrida gibt es zwei Typen der Hospitalität: bedingte Gastfreundschaft und unbedingte Gastfreundschaft. Gastfreundschaft gilt als unbedingt, wenn ein Gastgeber Fremde freundlich behandelt, ohne sie danach zu fragen, wie sie heißen und wo ihre Heimat ist. Dagegen gilt sie als bedingt, wenn ein Gastgeber unterschiedliche Bedingungen beansprucht, um Fremde einzunehmen. Aber diese zwei Typen der Gastfreundschaft sind nicht voreinander trennbar, weil unbedingte Gastfreundschaft die Souveränität des Gastgebers verletzt, und weil er ohne Souveränität keine Gastfreundschaft anbieten kann. In diesem Punkt entsteht Aporia. Schließlich braucht bedingte Gastfreundschaft dennoch unbedingte Gastfreundschaft, um Aporia aufzulösen und die Möglichkeit der bedingten Gastfreundschaft zu maximieren. Darüber hinaus fordert der Film den Zuschauer durch seine eigenartige Repräsentation auf, sich mit dem Problem des Fremden in der Wirklichkeit auseinanderzusetzen. 본고는 미하엘 하네케의 2017년 영화 <해피 엔드>를 데리다의 환대 개념을 통해 분석하고 있다. 지금까지 하네케의 영화는 미디어와 폭력, 자본주의, 가족, 소통의 단절등의 테마를 중심으로 연구되어 왔으나 이민자나 난민의 관점에서 접근한 연구는 많지 않았다. 이민자와 난민의 문제를 다루는 데 있어 데리다의 환대 개념은 매우 유용하다. 그러나 환대는 매우 역설적인 개념이다. 환대의 역설은 무조건적 환대와 조건적 환대의 대립을 통해 잘 나타난다. 무조건적 환대는 이방인에게 그 어떤 질문도 던지지 않고 그를 주인의 집에 들이는 것을 말하며, 조건적 환대는 이방인의 성과 소속 등을 묻고 조건적으로 수용하는 것을 말한다. 그러나 무조건적 환대는 주인의 지상권을 침해하므로 불가능하다. 왜냐하면 주인이 없다면 환대는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무조건적 환대는 조건적 환대, 즉 환대의 법들을 필요로 한다. 이로써 아포리아가 발생한다. <해피 엔드>에는 이러한 아포리아에 직면하여 환대에 실패하는 인물들을 다룬다. 조르주 로랭의 3세대 가족은 서로가 서로에게 절대적 타자처럼 행동함으로써 환대에실패하며, 아울러 모로코 이민자들과 나이지리아 난민들에 대해서도 그들의 환대는실패하고 만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영화는 관객에게 아포리아의 해결을 위해, 그리고조건적 환대의 확장을 위해 무조건적 환대가 전제되어야 한다고 관개의 참여를 유도하는 영화적 표현 기법을 통해 강조하고 있다.

        • KCI등재

          영화와 얼굴-들뢰즈와 가타리의 흰 벽-검은 구멍의 체계를 중심으로-

          김형래 한양대학교 현대영화연구소 2018 현대영화연구 Vol.14 No.1

          들뢰즈와 가타리는 자신들의 공저 『천개의 고원』에서 ‘얼굴’에 관한 심도 깊은 논의를 전개한다. 이 논의는 역시 자신들의 공저인 『앙띠 오이디푸스』의 연속선상에 있는 것으로서 구조주의 정신분석학과 인본주의적 존재론을 비판하고자 하는 맥락 속에 위치하고 있다는 점에서 매우 의미 있는 주제라고 할 수 있다. 이와 같은 얼굴론은 『천개의 고원』에 이어 또한 들뢰즈의 단독 저서인 『감각의 논리』와 『시네마 I: 운동-이미지』에서 다양한 방식으로 전개되고 있다. 본고는 특히 『천개의 고원』의 얼굴론과 『시네마 1』의 감정-이미지를 중심으로 다루며, 본고의 주된 과제는 들뢰즈와 가타리의 얼굴론에서 주된 개념인 흰 벽-검은 구멍의 체계가 무엇이고, 그것이 들뢰즈의 영화 이론에서 어떻게 발전되고 적용되는지 알아보는 것이다. 따라서 본고는 먼저 철학과 정신분석학에서 흰 벽-검은 구멍의 유래와 기능을 밝히고자 하였다. 첫째, 흰 벽-검은 구멍은 사르트르의 주체성 논의와 밀접한 관련이 있다. 단적으로 사르트르의 ‘무’와 ‘존재의 구멍’이라는 개념은 주체성 및 주체화라는 관점에서 검은-구멍과 맞닿아 있음을 알 수 있다. 둘째, 흰 벽-검은 구멍은 라캉의 거울 단계 및 욕망 개념과 밀접한 관계가 있으며, 이때 흰 벽은 거울 및 상징계의 기표의 연쇄와, 검은 구멍은 기표 연쇄에 난 구멍으로서의 대상 a 혹은 욕망과 관계가 있음을 알 수 있다. 셋째, 그러나 사르트르와 라캉의 주장은 지나치게 인본주의적이고 구조주의적이라는 한계가 있다. 따라서 이를 극복하기 위해 들뢰즈는 흰 벽-검은 구멍에 대해 다른 방식으로 접근한다. 그들에게 흰 벽-검은 구멍은 욕망하는 기계의 구성 성분이자 얼굴성이라는 추상기계로서, 결국 흰 벽-검은 구멍과 욕망하는 기계, 얼굴성이라는 추상 기계는 얼굴화, 즉 기표화와 주체화로부터의 탈영토화를 가능하게 하며, 권력의 배치에 따라 정치적 함의를 가질 수 있는 힘이라는 사실을 보여준다. 넷째, 흰 벽-검은 구멍을 퍼스의 기호학을 통해 설명하고자 하였다. 『시네마 I』의 ‘감정-이미지’에서 등장하는 퍼스의 도상, 다이어그램, 일차성 등의 개념은 흰 벽-검은 구멍의 관계를 잠재적 가능태라는 맥락에서 비교적 매우 선명하게 보여준다. 그리고 그 개념은 얼굴 클로즈업을 통해 구체적으로 나타난다. 특히 얼굴 클로즈업에서 얼굴은 더 이상 개별화, 사회화, 의사소통의 대상이 아니라 탈인격화와 얼굴의 해체로 발전한다. 이는 영화 미학적 관점에서 기존의 클로즈업 개념에 새로운 지평을 제공하는 것으로 간주할 수 있다. This paper concentrates on the theme ‘Face’, on which Deleuze and Guattari have written together. Especially 0 Year: Faciality in A Thousand Plateaus takes Face to the topic. In addition, this paper deals with the affection-images of Cinema 1: the movement-image, because this text seems to be an extension of 0 Year: Faciality of D&G. My question is, therefore, in particular where the concepts of the white wall and black hole come from and what their function is, and how these concepts are applied for the Deleuzian film theory. This paper offers approximately four answers to these questions. The first answer relates to the concept hole-in-Being which Sartre deployed in his book Being and Nothingness. According to the Sartre’s non-being thesis, the human-being as Being-for-itself bases on nihilation and nothingness that lead to hole-in-Being. It means that hole-in-Being constitutes the subject. In this sense, D&G’s black hole has the similar role, because it has something to do with the subjectification. The second relates to the Lacanian concepts: the mirror-stage, object a, and desire and so on. The mirror functions as a reflective white wall that indicates a series of signifier or signification. At the same time, this signification contributes to producing the subject as an effect of signifier. In addition, desire and object a as the gap in a series of signifier allow for the subject to sustain itself. This associates us definitely with the black hole as the subjectification. However, basically D&G do not agree with the humanism and structuralism of Sartre and Lacan. Therefore they suggest a non-humanistic and non-structuralistic theory of face. That is the fourth answer. It relates to the desiring machine and body without organs. The desiring machine comes from the combination of Lacan’s desire and Guattari’s machine. It functions as the attributes and power of BwOs. In this context, D&G present that the white wall-black hole system is nothing but the desiring machine that produces the facialization, or signification and subjectification and simultaneously gives rise to the dismentling and the deterritorialization of face. And finally, the fourth answer relates to the Peirce’s semiotic terminologies: Icon, Diagram and Firstness, which Deleuze introduced in the affection-images of Cinema 1: the movement-image. These terms show the relation between the virtual possible and the actual, which are also the properties of the white wall-black hole. Above all, the close-up of face as an affection-image describes the dismentling and deterritorialization of face, unlike the traditional understandings of face. In this respect, Deleuze provides the close-up of face with its new aesthetics.

        • KCI등재

          Evaluation of Bond Properties of Reinforced Concrete with Corroded Reinforcement by Uniaxial Tension Testing

          김형래,최원창,윤상천,노구치 타카푸미 한국콘크리트학회 2016 International Journal of Concrete Structures and M Vol.10 No.3

          The degradation of the load-bearing capacity of reinforced concrete beams due to corrosion has a profoundly negative impact on the structural safety and integrity of a structure. The literature is limited with regard to models of bond characteristics that relate to the reinforcement corrosion percentage. In this study, uniaxial tensile tests were conducted on specimens with irregular corrosion of their reinforced concrete. The development of cracks in the corroded area was found to be dependent on the level of corrosion, and transverse cracks developed due to tensile loading. Based on this crack development, the average stress versus deformation in the rebar and concrete could be determined experimentally and numerically. The results, determined via finite element analysis, were calibrated using the experimental results. In addition, bond elements for reinforced concrete with corrosion are proposed in this paper along with a relationship between the shear stiffness and corrosion level of rebar.

        • KCI등재

          DNA사슬 내에서 다양한 길이의 팰린드롬쌍 검색 연구

          김형래,정경희,전도홍 한국정보처리학회 2007 정보처리학회논문지. 소프트웨어 및 데이터 공학 Vol.14 No.6

          The emphasis in genome projects has Been moving towards the sequence analysis in order to extract biological “meaning” (e.g., evolutionary history of particular molecules or their functions) from the sequence. Especially, palindromic or direct repeats that appear in a sequence have a biophysical meaning and the problem is to recognize interesting patterns and configurations of words (strings of characters) over complementary alphabets. In this paper, we propose an algorithm to identify variable length palindromic pairs (longer than a threshold), where we can allow gaps (distance between words). The algorithm is called palindrome algorithm (PA) and has O(N) time complexity. A palindromic pair consists of a hairpin structure. By composing collected palindromic pairs we build n-pair palindromic patterns. In addition, we dot some of the longest pairs in a circle to represent the structure of a DNA sequence. We run the algorithm over several selected genomes and the results of E.coli K12 are presented. There existed very long palindromic pair patterns in the genomes, which hardly occur in a random sequence. 게놈 프로젝트 연구는 DNA사슬 내에서 생물학적 의미(예, molecule 의 진화역사 또는 그 기능)를 추출하기위한 사슬분석 쪽으로 강조가 되어가고 있다. 특히, DNA사슬 내에서 상보적 또는 반복되는 패턴은 생물학적 의미를 가지고 있다. 문제는 상보적 단어가 만들어내는 흥미 있는 패턴과 단어 구성을 찾아 내는 것이다. 본 논문은 다양한 길이의 팰린드롬 쌍을 검색하는 알고리즘에 관한 연구이다. 다양한 길이의 팰린드롬 쌍 내에는 빈 공백을 또한 허용한다. 알고리즘은 팰린드롬 알고리즘이라고 명명하며 O(N)의 계산 시간을 가진다. 하나의 팰린드롬 쌍은 머리핀 형태로 구성되어 있다. 검출된 여러 팰린드롬 쌍을 활용하여 n-쌍 팰린드롬 형태를 구성하였다. 더욱이 발견된 가장 긴 팰린드롬 쌍을 DNA 사슬 원형 구조에 점으로 표현하여 가시성을 제고하였다. 본 알고리즘은 여러 게놈 상에서 실시되었으며 E.coli K12 의 결과를 나타내었다. 실험결과 DNA 안에는 랜덤한 경우에는 확률상 매우 발생하기 힘든 긴 팰린드롬 패턴들이 존재 한다는 것을 발견할 수 있었다.

        • 표면가열양샹에 의한 슬래브 콘크리트의 저온기 강도조기발현에 관한 연구

          김형래,이재삼,지남용 대한건축학회 2003 대한건축학회 학술발표대회 논문집 - 계획계/구조계 Vol.23 No.2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several methods for accelerating concrete strength development at early ages. For this, the mix proportion of concrete. the kinds of chemical admixture and the curing temperature at early days were considered as the method for achieving 2/3 of design strength within 1.5~2.0 days after placing concrete. As the results. application of high strength concrete of W/C 34% was not able to acquire the required strength under the temperature condition below average 15℃. Although it's possible, the method would be too expensive. Consequently, high temperature curing method by surface planar heater at early days was considered. Only first 24 hours heating made possible the achieving of required strength.

        • KCI등재

          Body mass index is inversely associated with mortality in patients with acute kidney injury undergoing continuous renal replacement therapy

          김형래,김주환,서창환,이미솔,차민욱,정수영,지종현,박서현,윤혜령,기연경,윤창연,오형중,박정탁,장태익,유태현,강신욱,한승혁 대한신장학회 2017 Kidney Research and Clinical Practice Vol.36 No.1

          Background Many epidemiologic studies have reported on the controversial concept of the obesity paradox. The presence of acute kidney injury (AKI) can accelerate energy-consuming processes, particularly in patients requiring continuous renal replacement therapy (CRRT). Thus, we aimed to investigate whether obesity can provide a survival benefit in this highly catabolic condition. Methods We conducted an observational study in 212 patients who had undergone CRRT owing to various causes of AKI between 2010 and 2014. The study end point was defined as death that occurred within 30 days after the initiation of CRRT. Results Patients were categorized into three groups according to tertiles of body mass index (BMI). During ≥30 days after the initiation of CRRT, 39 patients (57.4%) in the highest tertile died, as compared with 58 patients (78.4%) in the lowest tertile (P = 0.02). In a multivariable analysis adjusted for cofounding factors, the highest tertile of BMI was significantly associated with a decreased risk of death (hazard ratio [HR], 0.57; 95% confidence interval [CI], 0.37–0.87; P = 0.01). This significant association remained unaltered for 60-day (HR, 0.64; 95% CI, 0.43–0.94; P = 0.03) and 90-day mortality (HR, 0.66; 95% CI, 0.44–0.97; P = 0.03). Conclusion This study showed that a higher BMI confer a survival benefit over a lower BMI in AKI patients undergoing CRRT.

        • KCI등재

          The Prayers of Offering in the Western Traditions and in the Korean Methodist Tradition

          김형래 한국기독교학회 2013 한국기독교신학논총 Vol.0 No.87

          성찬(Eucharist)은 예수 그리스도의 죽음과 부활을 기념하며 축하하는 감사(Thanksgiving)를 의미한다. 그러나 축제로서의 성찬은 한국 개신교회의 성찬예전에서 볼 수 있는 주요한 양상은 아니다. 한국 개신교회는 주님의 부활을 축하하며 기쁨을 나누는 성찬보다는, 주님의 죽음을 기억하고 자신의 죄를 참회하게 하는 성찬을 실행해 왔다. 본 논문은 부활의 경축과 기쁨으로서의 초기 교회 성찬이해가 역사적 발전을 통해 점차 그리스도의 죽음, 죄의 용서, 참회의 자리로 변해 온 과정을 추적한다. 이러한 역사적 추적은 부활의 기념과 경축으로서의 초기 교회 성찬 차원을 회복시켜 보려는 데 그 주된 목적이 있다. 서구 기독교회의 성찬 봉헌 기도의 변천사를 추적하기 위해서는 히폴리투스의 사도전승(215), 토마스 크랜머의 공동기도서(1549), 존 웨슬리의 북미감리교도들을 위한 주일예배서(1784), 남감리교회의 교리와 장정(1886)을 탐구하며, 한국감리교회의 성찬 봉헌 기도를 분석하기 위해서는 미이미교회강례(1890), 예문(1962), 새예배서(2002)를 살핀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