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윤대성의 청소년극에 나타나는 젠더문제 연구

          김태희(Kim Taehee) 부경대학교 인문사회과학연구소 2018 인문사회과학연구 Vol.19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윤대성 희곡에 나타나는 젠더문제에 대한 논의는 주로 1990년대 이후 발표된 노년드라마 작품들을 중심으로 이루어졌다. 이들 논의는 윤대성의 희곡에 젠더 문제가 나타난원인을 1990년대에 접어들면서 나타난 한국 가부장제의 변화와 맞물려 있는 것으로 보고, 사회의 변화에 민감한 작가가 이를 섬세한 시각으로 포착해 낸 것으로 해석하고 있다. 하지만 작가의 극작 동기가 외부적 요인만으로 결정되지 않는다는 점을 감안한다면, 1980년대에 발표된 청소년극 역시 작가의 젠더 의식을 밝혀내는 데에 있어 중요한 함의를 갖는다. 청소년은 가부장제 하에서 여성과 함께 오랫동안 타자의 위치에 있었다. 그런 의미에 서 이들은 의사여성에 가까우며 작가의 젠더 의식을 분석하는 데에 있어 중요한 단서를 제공한다. 윤대성의 청소년 뮤지컬 3부작 <방황하는 별들>, <꿈꾸는 별들>, <불타는 별들>에서 청소녀들은 자유로운 연애와 성애의 표상이자 정숙을 강요받는 균열된 모습으로 등장한다. 이는 가부장의 대리인으로 등장하는 청소년들과는 변별되는 모습이다. 결국 청소녀들은 가부장과 그들의 대리인을 자처하는 청소년들에 의해 이중적으로 소외되는 타자였다. 양성이 결코 평등하지 않게 묘사되는 이 작품이, 그럼에도 불구하고 당대 청소년들에게 폭발적인 인기를 누렸던 이유는 작가가 기성세대의 잘못을 폭로하고 가부장의 반성 을 이끌어 내고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여전히 가부장의 후예들이 성장하고 있다는 면을 결코 간과해서는 안된다. 가족의 균열을 극복하고 가정을 재결합시키기 위한 가치로 사랑이 강조되고 있지만 여전히 타자에게서 비롯되는 것이며 남성중심적 시각에 기반하고 있다는 한계를 내포하고 있다. The discussion on gender issues in Yoon Dae - sung drama mainly focused on works since the 1990s. These discussions connected the reason he paid attention to the gender issue with the change of the patriarchal system in Korea in 1990s and interpreted that the artist who is sensitive to the change of society had captured the gender problem through his delicate perspective. However, considering that the writer s motivation is not determined solely by external factors, the youth plays released in the 1980s also have an important implication. The youth was in the position of others for a long time with a woman under patriarchal system. In that sense, they have common denominator with women and provide important clues in analyzing the writer's gender consciousness. In Yoon Dae-sung s youth musical trilogy, Wandering Stars, Dreaming Stars, and Burning Stars, the young women appeared as cracks in the representation of free love and sexuality and being forced to be saintly. This was different from the young men who appear as agents of patriarchy. In the end, the young women were battered by the patriarch and the young men. This work, which is described as never equal, is an explosive popularity among young people, because the artist revealed the mistakes of the old generation and led the reflection of the patriarch. Nevertheless, it should not be overlooked that the patriarch descendants were still growing. Love was emphasized as a value to overcome the cracks of the family and reunite the family, but it still came from the other and had the limitation that it was based on the male-centered view.

        • KCI등재

          사회통합정책과 다문화청소년 진로교육의 방향성: 독일의 사례비교적용을 중심으로

          김태희 ( Kim Taehee ) 한국행정사학회 2017 韓國行政史學誌 Vol.40 No.-

          저출산과 고령화에 따른 경제활동인구의 감소로 인한 성장잠재력 저하가 우려되는 상황에서 경제동력과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서는 다문화인의 유입이 불가피함은 물론 그들이 우리 사회의 소중한 인적 자원화 할 수 있도록 법률적·제도적으로 필요한 장치들을 개발할 필요가 있다. 따라서 다문화사회의 진전과 편익을 극대화하는 동시에 이문화와 공존이 초래할 미래의 비용을 최소화하는 전략적 접근이 필요한 시점이다. 한국보다 먼저 다문화인을 받아들였던 독일사례를 보면 단순히 부족한 노동력을 메우기 위한 임기응변식 정책은 다문화인이 증가할수록 편익보다는 공공지출의 부담, 이질적 문화간 갈등, 다문화인들의 빈곤화로 인한 사회적 일탈 증가 등의 사회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비용을 유발한다. 그러므로 미래의 소중한 인적 자원이 될 다문화가정 청소년들은 우리 사회구성원 모두가 관심을 가지고 그들이 한국사회에서 잘 적응할 수 있도록 필요한 교육, 노동, 문화, 보건, 소득, 주거 등에서 소외와 차별, 폭력으로부터 잘 보호될 수 있도록 필요한 제도가 마련되어야 할 것이다. The immigration of multicultural persons is unavoidable for promoting economic growth engine and sustainable development amid mounting concern over erosion of growth potential in the aftermath of decline in the number of economically active population which has resulted from low birth rate and aging of the society, and furthermore, it has become necessary to develop legal and institutional systems to turn the multicultural persons into valuable human resources for our society. Thus, strategic approach needs to be taken which minimizes future costs arising from coexistence with heterogeneous culture while maximizing the advancement and benefits of multicultural society. As we can find from the cases of Germany which started to open its door to multicultural persons before Korea did, makeshift policies that aim to simply fill the vacuum of scarce labor force lead to the costs arising from the need to resolve social issues, such as an increase in social deviations caused by the rising burden of public expenditures, heterogeneous cultural conflicts, and impoverishment of multicultural persons, rather than benefit, as the number of multicultural persons increase. Therefore, systems would need to be established which can protect adolescents of multicultural families, who will become valuable human resources in the future, from the risks of marginalization, discrimination, and violence in connection with education, labor, culture, healthcare, income, housing, etc., which are vital for them to adapt themselves well in Korean society with the attention and support from all members of society.

        • KCI등재

          오이디푸스 콤플렉스와 서아프리카 모계사회

          김태희(Taehee KIM) 프랑스학회 2018 프랑스학연구 Vol.0 No.84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Aujourd'hui le complexe d Œdipe de Freud est considéré sans conteste comme psyché humaine. Cependant, comme l a déjà critiqué Franz Fanon, il est encore discutable d appliquer la théorie forgée dans les cultures patriarcales occidentales à toutes les cultures hors d Europe, notamment celle d'ouest-africaine basée sur le matriarcat. Pour remettre en cause cette idée reçue concernant ce fameux complexe freudien, nous avons cherché à questionner sa validité en Afrique de l Ouest. Dans le processus, nous avons examiné le concept de base du complexe d Œdipe chez Freud ainsi que la réfutation de Westermark et Malinowski. Et nous avons cherché à examiner si le complexe d Œdipe était valide dans la culture ouest-africaine, en mettant l accent sur les études d Ordigues et de Denise Paulme. Grâce à ces études, nous pouvons confirmer que ce complexe de Freud est efficace même en Afrique de l Ouest, bien qu il s agisse d une forme modifiée. Par contre, nous pouvons remarquer sous l'apparence de ce complexe immoral une nature humaine, c'est-à-dire l'instinct de préservation de l'espèce. Dans ce sens, on pourrait considérer le complexe d'Œdipe de Freud comme une “affabulation freudienne” selon l'expression de Michel Onfray plutot que comme un résultat scinetifique..

        • KCI등재

          조직시민행동의 효과 : 공공봉사동기의 조절효과를 중심으로

          김태희(Taehee Kim), 이용모(Yongmo Lee) 한국국정관리학회 2020 현대사회와 행정 Vol.30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조직구성원들이 직무에서 요구되는 것 이상으로 조직을 위해 자발적으로 헌신할 때, 조직 효과성이 제고될 수 있다는 데에는 이견이 없다. 국내에서도 OCB에 대한 연구는 괄목할만한 양적 성장을 이뤘으나, 주로 OCB의 선행요인을 제시하고 검증하는 경험적 연구에 치중되어 OCB가 조직에 미칠 수 있는 다양한 결과에 대한 연구가 상대적으로 부족한 실정이다. 또한, OCB의 순기능적 측면을 제시한 연구결과가 다수인 반면, OCB가 초래할 수 있는 잠재적인 역효과를 다룬 연구는 극히 드문 실정이다. 이에, 본 연구는 조직시민행동에 대한 기존 연구방향을 보완하여 OCB가 가져올 수 있는 효과를 균형적으로 살펴보고자 하며, 이에 조직시민행동이 이직의도 및 직무성과에 미치는 효과를 검증하고자 한다. 조직시민행동의 긍정적 효과 및 비용을 논리적으로 밝히고, 조직 내 개인자원으로써 공공봉사동기의 조절효과를 검증하고자 한다. 분석자료는 2018년 한국행정연구원에서 실시한 ‘공직실태조사'를 활용하였으며 공공조직 구성원들의 조직시민행동이 조직에 미친 효과를 실증분석하였다. Recently, some researchers have challenged ideas that inherently OCBs would positively contribute to organization, calling for a more balanced view of OCBs. Using a public employee survey conducted by the Korean Institute of Public Administration in 2018, this study empirically examines the impacts of organizational citizenship behavior on job outcomes including employee's turnover intention and their job performance. Drawing on person-job fit theory and job demands-resources model, this study also suggests public service motivation can moderate the relationship between organizational citizenship behavior and job outcomes. The implications for future studies and practice are discussed.

        • KCI등재

          한국사회의 예언문화로서 타로 4원소의 ‘바람[風]'과 명리학 오행의 ‘목(木)'의 비교

          김태희 ( Kim Taehee ) (사)아시아문화학술원 2018 인문사회 21 Vol.9 No.1

          타로 4원소와 명리학 오행은 그 발전 과정이 비슷하다. 그리고 타로 4원소의 ‘바람[風]'과 명리학 오행의 ‘목(木)'도 둘 다 생명력을 띤다는 점에서 공통된다. 현재까지는 자연의 순환을 통해서 4원소와 오행이 결정되고 이를 통해 인간의 운명이 정해져있다고 알려져 있다. 만약 ‘바람[風]'과 ‘목(木)'이 똑같은 원소에 뿌리로 두고 있다면 그 사상을 이해하는 게 보다 수월하다. 이에 따라 타로 4원소 중 ‘바람[風]'과 명리학 오행의 ‘목(木)'의 특성을 비교 고찰하였다. ‘바람[風]'과 ‘목(木)'이 생명체라는 것을 통해 결국 점술(占術)은 인간의 삶의 주체성을 갖고 운명을 개척하기 위해 만들어진 학문이라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바람[風]'과 ‘목(木)'의 유사점은 크게 10가지로 정리할 수 있고, 차이점은 크게 8가지로 정리할 수 있다. 대체로 유사점은 원소 그 자체의 고유의 특질이라면, 차이점은 원소를 보면서 느끼는 감정이나 관념이 많다. 이러한 점에서 ‘바람[風]'과 ‘목(木)'은 서로 비슷한 특질이나 상태를 보고 만들어졌다가 점점 분화되었다고 추정된다. 그리고 명리학에서 오행이 존재하기 전에 사시(四時)라는 개념이 있었는데, 이 사시가 타로의 4원소와 어떠한 공통점과 차이점을 가지고 있는지에 대해서도 비교 연구해 본다면 동서양의 예언문화의 발전에 많은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이다. The development processes of the Four elements of Tarot and the Five elements of Myeongli Science are similar. And the ‘Wind' of the Four elements of Tarot and the ‘Tree' of the Five elements of Myeongli Science are common in the point that they both have a life force. Through the fact that the ‘Wind' and the ‘Tree' are lives, finally I could know that the divination was the science developed for a human to have a identity of life and pioneer the destiny. The similarity between the ‘Wind' and the ‘Tree' could be classified largely as 10, and the difference between them could be as 8. If the similarity are mostly the innate characteristic of the elements themselves, many of the difference are the emotions or thoughts gained while watching these elements. In this point, it is presumed that the ‘Wind' and the ‘Tree' were developed based on similar characteristics or states and then gradually divided. And there was a concept of the four times before the existence of the Five elements in Myeongli Science, if we compare and study what similarity and difference this four times has with the Four elements of Tarot, it could contribute much to the development of the prophecy culture of the art of divination in the East and the West.

        • KCI등재

          ‘디지털 플랜Le plan numerique', 노마드 시대의 프랑스 교육제도

          김태희 ( Taehee Kim ) 한국프랑스문화학회 2019 프랑스문화연구 Vol.40 No.1

          Notre ère numerique, aussi revolutionnaire que les annees 1780, nommees la «revolution industrielle» par l'historien A.J. Toynbee, transforme tous les aspects de l'education et de la culture. Alors que chaque pays a constamment pris en charge ses efforts nationaux d'adaptation au nouvel environnement numerique, l'education est devenue un enjeu cle pour tous les pays qui doivent cultiver les ressources humaines pour diriger la societe de demain. Cependant, la France, qui a maintenu un paradigme traditionnel mettant en valeur les patrimoines analogiques, a pris du retard par rapport aux autres pays dans le developpement des medias d'information et de communication, notamment internet, Compte tenue de la situation, le gouvernement français a mis en place un plan numerique en 2016 afin de former ses etudiants en tant que talents competitifs à l'ère numerique. Ces innovations pedagogiques feront de leur mieux pour creer une nouvelle force economique pour l'avenir. Cependant, le debat sur la manière dont l'acceptation du système numerique dans l'education a ete chauffee a ete un problème fondamental pour tous les debuts de la diffusion des medias numeriques pour le developpement industriel. Parmi eux, la propagation des tablettes qui constituent le pilier du “plan numerique” est au cœur des controverses, malgre l'attente d'une utilisation educative de ce dispositif. Dans cet article, nous avons examine le contexte et les discussions de la politique educative du ‘Plan numerique' en France sur la base du ‘nomadisme' de Jacques Attali et du processus d'introduction de l'education numerique dans le système educatif français existant.

        • KCI등재

          박조열의 극작술 변화 연구

          김태희(Kim Taehee) 한국극예술학회 2016 한국극예술연구 Vol.0 No.53

          주로 알레고리적 형식을 바탕으로 작품 창작을 이어가던 박조열이 1970년대 중반 두 편의 기록극을 발표한다. 그 선택도 급작스러운 것이었거니와 알레고리가 빚어내는 추상적인 세계와 사실을 바탕으로 한 기록극의 세계가 보여주는 간극도 상당한 것이었다. 작가의 극작술 변화는 여러 요소에 영향을 받기 때문에 검열이 극작술 변화의 유일한 이유일 수는 없다. 그러나 분명한 것은 1975년 <오장군의 발톱>에 대한 공연 금지 처분 이후 박조열의 극작술이 변화했고 끝내 절필하게 되었다는 점이다. 게다가 박조열이 활동했던 시기가 박정희 정권의 검열이 강력하게 작동했던 시기와 일치하고 있음을 감안해야한다. 요컨대 작가가 고수하던 극작 방식을 바꿀 수밖에 없었던 것, 그리고 두 편의 기록극을 남기고 절필 할 수밖에 없었던 원인은 외부적 환경과 무관하지 않다. 박조열이 등단한 이래 검열은 늘 그를 따라다녔고 이를 피하기 위해서 그는 추상화된 언어로밖에 이야기 할 수 없었다. 박조열은 검열의 수준을 가늠하고 극작술을 조정하거나 작품의 발표를 지연시키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그러나 1970년대 검열 제도의 강화와 <오장군의 발톱>에 대한 공연금지 처분은, 그의 감각이 더 이상 유효할 수 없음을 의미했다. 결국 박조열은 체제 순응적으로 비춰질 수도 있었던 기록극 형식을 선택해서, 가장 소극적인 방식으로 자신의 메시지를 전달할 수밖에 없었다. 이처럼 박조열의 후기 활동에 대해 이해하는 것은 1970년대 국가의 검열과 작가의 창작 활동사이의 미묘한 대립관계를 짐작하게 해주며 예술 활동을 지속하기 위해 고안된 작가들의 생존 방식을 이해할 수 있게 해준다. Park Joyeol primarily wrote dramas that was based on allegory. However he announced two dramas that used documentary format in the mid-1970s. This change was sudden and a gap was significant between an abstract world used allegory and a specific world based on the fact. Because changes of playwriting style was affected by several factors, censorship can not be the only reason for the changes. However, it is clear that since the ban of performing about 〈A toenail of general O〉 in the 1975 playwriting style of Park Joyeol changed. In addition, it need to be taken into account that censorship was strongly working in a period of his activity. In short, the cause that he chaged his style and he stop writing after documentary dramas could not independent of the external environment. Since he had started writing he was always careful of censorship. He spoke only through abstract language in order to avoid censorship. However, performances ban on 〈A toenail of general O〉 gave the imprint that His style was no longer permitted. Eventually Park, Jo-yeol selected the documentary theater viewed as adaptive systems and delivered messages in the most passive manners. Thus, understanding about the activities of Park, Jo-yeol in 1970s will help us to guess the subtle relationship between the national censorship and creative activities of writers and allows us to understand the inner logic of the writer designed to continue the artistic activities.

        • KCI등재후보

          영화의 예술성에 대한 최초의 법적 판단사례 연구

          김태희(KIM, Taehee) 프랑스학회 2013 프랑스학연구 Vol.63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A la fin du XIXe siècle, les critiques et les artistes du monde du théâtre dénient toute dimension artistique au cinéma, qu'ils estiment s'appuyer entièrement sur une machinerie impersonnelle. C'est au cours des années 1906-1908 que cette perception se modifie dans les milieux de la culture où le cinéma commence à s'inspirer de sujets dramatiques et à sortir de la représentation imitative des actualités quotidiennes. Pourtant, son aspect ‘impur' incite les hommes de théâtre à la méfiance, de sorte qu'ils ne peuvent s'empêcher d'établir une frontière, de poser des barrières avec cet art nouveau-né. C'est pour cela qu'ils veulent protéger leurs privilèges culturels en faisant valoir leur droit d'auteur. A cet égard, certains premiers cas de procès montrent bien la rivalité instaurée entre ces deux arts du spectacle. Dans ce contexte, les procès des auteurs se sont succédés, qui se terminaient généralement par la condamnation des producteurs ou des exploitants de films. Pourtant, cela ne signifie pas que le cinéma est inférieur au théâtre, sur le plan de la valeur artistique, mais qu'il est bien capable de porter à l'écran ce qui est représenté sur la scène théâtrale de manière fort honorable si ce n'est admirable. Comme l'a bien remarqué Alain Carou à propos de ces procès, “derrière l'arbitrage d'un conflit d'intérêts se joue sans qu'on y ait pris garde un procès en nature du cinéma, soit le premier effort théorique pour penser la nouveauté du spectacle cinématographique proprement dit, loin des dissertations convenues sur la destination sociale de l'appareil”.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