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새로운 국제정치 사조의 변화와 새로운 국제정치이론

          김의곤(金義坤) 한국동북아학회 1997 한국동북아논총 Vol.2 No.3

          지난 수세기 동안 국제정치를 풍미하던 두개의 이론적 사조는 (혹은 패러다임은) 오랫동안 서구의 철학을 대변하던 자유주의적 이상주의(Liberal Idealism)와 2차 대전 이후부터 급속히 받아들여지기 시작한 현실주의적(Realism) 사고이다. 그러나 1990년대 이후 냉전체제의 와해에 따른 새로운 국제정치 이론의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서 현실주의에 대한 비판이 다시 제기되기 시작했다. 이 논문은 두 가지 사조의 논거와 약점을 살펴보고 새로운 이론의 모색을 위한 방향을 제시하고자 한다.

        • KCI등재
        • KCI등재

          Rising China and Turbulent East Asia: Asianization of China?

          김의곤 인하대학교 국제관계연구소 2014 Pacific Focus Vol.29 No.1

          The international order in East Asia has been anchored on four pillars. The first pillar is the 1952 San Francisco peace treaty between the United States and Japan. The US–Japan mutual defense treaty was signed and Japan became demilitarized and its foreign policy was oriented toward the United States. Japan adopted the “peace” constitution. The second is the US–China Shanghai Communiqué of 1972. In this document, Nixon and Mao agreed that neither of their countries nor any power should seek hegemony in the Asia–Pacific region. The third pillar is the 1972 Sino–Japanese Joint Declaration. China recognized the US–Japan military alliance and Japan, in turn, recognized China as the sole legitimate government. The last is the 1965 ROK–Japan treaty to normalize bilateral relations. Japan recognized the ROK as the sole legitimate government representing the Korean people and nullified the treaties that led to Japan's forceful annexation of Korea in 1910. In the 2010s, tensions and disputes between the United States and China and between China and Japan are undermining the four pillars of order. The United States, China, and Japan are now engaged in a dangerous power game to create a new international order in this turbulent region. China's foreign policy toward East Asia will be predicated on three strategies. China will resort to soft balancing in dealing with the United States, unilateralism with Japan, the Philippines, and Vietnam, and multilateralism vis-à-vis the remaining countries in East Asia. “The Asianization of China” would be a solution for future peace and prosperity in this region.

        • KCI등재

          蘇聯 · 日本 經濟關係硏究 1972~1985

          김의곤 연세대학교 동서문제연구원 1989 동서연구 Vol.2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KCI등재

          국제환경문제의 정치경제

          김의곤 연세대학교 동서문제연구원 2001 동서연구 Vol.13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국제환경문제는 발생원인에 대한 체계적 연구와 논의가 부족할 뿐만 아니라 문제 해결에 관련된 각 국가들의 책임 범위 및 비용분담에 대한 국가간 현격한 의견 불일치를 보이고 있다. 국제환경문제는 국가간 협력과 갈등의 소지를 모두 포함하고 있다. 환경문제는 냉전이 종식된 후 국제 정치경제에서 보이는 국가간 협력과 갈등의 대표적인 사례가 되고 있으며, 21세기 세계평화와 국가안보를 마련하기 위한 시금석이 되고 있다. 따라서 21세기 국가들은 국제환경문제에 관련된 문제의 본질을 파악하고 공동으로 해결하기 위한 국제기구를 수립하고, 이와 더불어 비용분담에 대한 논의와 협상을 충분히 해나가야 할 것이다. 이론적 측면에서 볼 때, 국제환경문제는 냉전종식 후 활발하게 전개되고 있는 현실주의와 자유주의간의 “이론적 유용성”(Theoretical validity) 논쟁을 가시화 할 것으로 보인다. 환경문제에 대하여 현실주의자들은 기본적으로 가치의 획득(부정적가치의 획득)을 위한 무정부 상태로 규정 하고 있으며, 따라서 현실주의가 국제환경 문제를 설명할 수 있는 틀을 제시한다고 주장한다. 반면에 신자유주의자들은 환경은 집단재 혹은 공동재이며, 이것의 생산과 소비는 국가간 협력을 필요로 하는 사항이기 때문에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국제기구를 통해서만 가능하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결국 국제환경문제에 대한 보다 심도 있는 연구는 현실주의와 신자유제도주의간의 이론적 갈등을 해소하고, 두 이론을 동시에 포용할 수 있는 새로운 이론의 모색을 시작하는 계기를 마련해 줄 것이다.

        • KCI등재

          21st-Century Northeast Asian Order and America's Choice

          김의곤 인하대학교 국제관계연구소 2016 Pacific Focus Vol.31 No.2

          The emerging new order in Northeast Asia in the 21st century is attributable to a few factors. First, the relative decline of the United States as the hegemonic power contributes to it. Second, the rise of China is also responsible. Buttressed by remarkable economic growth over the past 20 plus years, China is eager to regain its traditional influence and status as the regional hegemon. Third, the relative decline of Japan leads to Northeast Asian power restructuring. Fourth, North Korea is another major factor leading to instability in Northeast Asia. Finally, the rise of South Korea is also responsible for Northeast Asian power restructuring. In the intermediate and long-run, the US policy toward Northeast Asia will be centered on China, and its China policy will be characterized by engagement and/or hard balancing. To pursue the goal, the United States should further develop close ties with its allies, such as South Korea and Japan, and pursue improved relations with Vietnam and the Philippines. At the same time, the United States should persuade China that cooperating with its neighboring countries would be in its intermediate and long-term interests. In other words, the United States should firmly and persistently pursue the policy of the “Asianization of China.”

        • KCI등재후보

          Uncomfortable Symbiosis : Economic Cooperation between Seoul and Pyongyang

          김의곤 한국동북아학회 2005 한국동북아논총 Vol.10 No.2

          남북한 경제는 그 구조가 상호보완적임에도 불구하고, 정치적 그리고 군사적 요인들에 의하여 부정적으로 영향받아 왔다. 특히 1990년대에 비하여, 2000년대에 이르러 남북관계는 한편으로는 북미관계와 또 다른 한편으로는 한미관계의 변화라는 이중적 변수에 의하여 진화하는 복잡성을 나타내고 있다. 한국의 노무현 행정부는 미국, 일본 등 동맹국들과의 견해차이를 심하게 표출하고 있는데, 그것은 북한과의 관계개선과 핵무기 문제해결을 서로 다른 차원에서 바라보고 있는 것이다. 그 점은 당연히 한-미, 한-일간의 외교적 마찰을 야기 시키고, 6자 회담의 개최 가능성 뿐 아니라 한미동맹의 기저까지 흔들고 있다. 극단적인 예로서, 한국정부는 “협조(관계개선) 딜레마”에 빠져 있는데, 미국과의 관계개선없이 워싱턴의 강경책을 누그려뜨릴 수 없으며, 북한과의 관계개선없이 북한의 핵문제를 해결할 수 없는 것이다. 따라서 미국과의 관계개선은 북한을 이탈하게 하고, 북한관의 관계개선은 한미동맹을 위협하고 있는 것이다. The Roh administration in South Korea seems to view the reconciliation and cooperation with North Korea and the nuclear issue as two separate issues. In spite of the difficulty of taking such a position, Seoul has persuaded North Korea to abandon its nuclear program on its own, different from harsher methods such as military action and containment advocated by some officials in Washington. Now the Roh administration is faced with "cooperation dilemma." Without ROK-U.S. cooperation, it will be difficult for Seoul to induce change in Washington's posture. Likewise, if there is no progress in inter-Korean relation, it will be hard to change Pyongyang's attitude. To maintain friendly relations with both the U.S. and the North, it will require wisdom on the part of the South.

        • KCI등재후보

          Northeast Asians Energy Cooperation The Irkutsk Pipeline Project

          김의곤 인하대학교 국제관계연구소 2004 Pacific Focus Vol.19 No.2

          Northeast Asia is a cluster of countries with wide differences in political systems, stages of economic development, levels of technology, and natural resource endowments. In addition, infrastructures of national economies are mutually complementary: Japan and Korea have capital and technology on the one hand and Russia and China enjoy abundant resources and cheap labor. Yet many socio‐political elements have so far barred active economic cooperation among Northeast Asian national economies from becoming a reality, such as, North Korean nuclear issues, different ideologies, unstable political systems, and anti‐Japanese sentiments. The Irkutsk Pipeline Projects can be a litmus test for the future economic cooperation in the region. Market forces in Russia, Japan, South Korea and China increasingly tend to jump national boundaries and to escape political control, seeking for economic profits, whereas socio‐political factors have tendency to restrict and channel the economic activities. Thus, problems of the Irkutsk Pipeline Projects lie in how and where those positive and negative factors are reconciled.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