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淵泉 金履陽의 문예론과 경세론에 대한 재검토

        김용태 한국고전문학회 2019 古典文學硏究 Vol.55 No.-

        Yun Chun, Kim Yi Yang was the writer with a unique and interesting literary tendency. A while ago, he was known to the academic world, but the study on him has not been intensively researched. Kim Yi Yang is the first generation of Buckchon poetical circles at 19th century. I paid attention to him again through study on poetical circles in Buckchon of Seoul. As a result, I found interesting points which did not show in previous studies. Kim Yi Yang was one of the members in the family of Andong Kim who lived in Buckchon for generations. In the aspects of his family and scholastic lineage, he supposed to succeed to the Baekak poetical circles centered by Kim Chang Hyup. Kim Chang Hyup emphasized the theory that sentence and ideology are one, however Kim Yi Yang was free of that theory. He believed that ethics could be sacrificed to raise the quality of literary work. Also, he stuck to retro poetics, which many Noron scholars criticized. This article also examined Kim Yi Yang’s view of society. Kim Yi Yang was aware of the seriousness of the social problems at that time, but it seems he had no serious concerns on that or will to solve the problems. In other words, even in the matters of society and economy, he did not think importantly of having to take responsibility for following the Way. His passive attitude toward governing issues is likely to be criticized. However, it is also the truth that his such attitude leads to free thinking in the literature. Kim Yi Yang's literary style has a strong influence on the literary achievement of the Damjung group. The article can be used as a touchstone to understand the branches and flows of the literary world at the 19th century. 연천 김이양은 개성적이고 흥미로운 문학적 지향을 지녔던 작가로서 진작에 학계에 보고되었으나 연구가 그다지 활발하지는 못했다. 필자는 19세기 서울 북촌을 중심으로 활동했던 ‘북촌시단’ 연구의 일환으로 김이양에 대해 다시 주목하게 되었다. 그 결과 기존의 연구에서 주목하지 못했던 흥미로운 점이 드러나게 되었다. 김이양은 서울 북촌지역에 세거하였던 안동김문이므로, 가문으로 보나 학맥으로 보나 김창협을 중심으로 하는 ‘백악시단’을 계승하는 위치에 있는 인물이다. 그런데 김이양은 김창협이 강조하였던 ‘문도합일론’으로부터 자유로운 문학적 사유를 펼쳤다. 그는 문학의 작품성을 위해서는 일부 윤리성이 희생되어도 좋다는 견해를 지니고 있었다. 또 많은 노론 학인들이 비판해 마지않았던 복고적 시론도 견지하고 있었다. 본고는 김이양의 경세론도 살펴보았다. 김이양은 당대 사회의 문제들에 대해 그 심각성은 잘 알고 있었으나, 그것의 해결을 위한 진지한 고민이나 의지는 없었던 것으로 보인다. 말하자면 그는 사회경제적 문제에 있어서도 ‘道를 실현’해야 한다는 책무를 그리 무겁게 받아들이지 않았던 것이다. 이처럼 경세 문제에 소극적인 태도는 비판받을 소지가 다분하지만, 이러한 점으로 인해 문학에 대해 자유로운 사유를 펼칠 수 있었음도 인정하지 않을 수 없다. 김이양의 자유로운 문학적 사유는 이른바 ‘담정 그룹’의 문학적 성취에 큰 영향을 주었다고 말할 수 있다. 본고의 작업은 향후 19세기 문단의 여러 갈래와 흐름을 파악해 가는 데에 하나의 참조점으로 활용될 수 있을 것이다.

      • 2LL-4 : 활성, 내구성, 전도성 측면에서 최적의 밸런스를 갖춘 이리듐 기반 나노포러스코어쉘 OER 촉매

        김용태 한국공업화학회 2018 한국공업화학회 연구논문 초록집 Vol.2018 No.0

        The selection of oxide materials for catalyzing the oxygen evolution reaction in acid-based electrolyzers for the future energy mass storage must be guided by the proper balance between activity, stability and conductivity - a challenging mission of great importance for delivering affordable and environmentally friendly hydrogen. Here we report that the highly conductive nanoporous architecture of an iridium oxide shell on a metallic iridium core, formed through the fast dealloying of osmium from an Ir25Os75 alloy, exhibits an exceptional balance between oxygen evolution activity and stability as quantified by the activity-stability factor. On the basis of this metric, the nanoporous Ir/IrO<sub>2</sub> morphology of dealloyed Ir25Os75 shows a factor of ~30 improvement in activity-stability factor relative to conventional iridium-based oxide materials, and an ~8 times improvement over dealloyed Ir25Os75 nanoparticles due to optimized stability and conductivity, respectively.

      • 음식물류폐기물의 혐기소화 효율 증대를 위한 축산분뇨와의 병합처리 특성 연구

        김용태,최민규,한정미,여운호 한국폐기물자원순환학회 2014 한국폐기물자원순환학회 학술대회 Vol.2014 No.11

        음식물류폐기물은 2011년 기준 13,429ton/day, 축산분뇨는 2011년 기준 135,653ton/day 발생하였다. 2013년 음식물류폐기물과 축산분뇨의 해양 배출이 전면 금지되었고 육상처리기술 대안 중 하나로서 혐기소화공정기술이 떠오르고 있다. 음식물류폐기물은 유분과 염분이 높고, pH는 낮으며, C/N비 및 COD는 높기 때문에 혐기소화 기간이 길고 처리효율이 낮아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음식물류폐기물의 혐기소화 효율을 높이기 위해서 음식물류폐기물과 축산분뇨의 병합처리를 모색하였고, BMP-test를 통하여 혐기소화 효율을 분석 하였다. 사용된 대상 시료의 TS, VS, CODcr, pH 등 기본성상 분석 결과와 문헌조사를 토대로 병합비율을 산정하여 약 30일간 BMP-test를 진행하였다. 그 결과 단일소화에 비해 병합소화에서 바이오가스 발생량(mL/gVS)이 높았고, 병합시료 속에 음식물류폐기물의 비율이 높을수록 초기 바이오가스 발생이 많았는데 이는 축산분뇨에 비해 가용성 유기물질 성분을 많이 포함하기 때문으로 사료된다. 병합소화에서 병합비율은 가장 중요한 인자 중 하나이나 음식물류폐기물과 축산분뇨의 성상은 지역별로 다르고 계절 및 년도에 따라서도 다르며, 발생량도 다르기 때문에 적절한 병합비율을 결정하기 위해서는 향후 음식물류폐기물과 축산분뇨의 병합처리 뿐만 아니라 유기성폐기물의 다양한 병합처리 연구가 필요하다고 사료된다. 본 연구는 혐기소화공정 설계 및 혐기소화 효율을 높이기 위한 기초자료로서 활용될 수 있을 것이다.

      • KCI등재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