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蕺山 劉宗周의 愼獨 학설에 관한 연구

        김용재(金容載) 한국양명학회 2001 陽明學 Vol.- No.5

        본 논문은 중국 명말 청초에 왕조 교체의 난황 속에서 일어난 사상과 종교적 흐름들 가운데 유종주라는 한 유학자의 문제의식과 그 해결의 일환으로 고안해 낸 신독이라는 수양 방법론에 대한 학설을 고찰한 것이다. 인간의 끊임없는 자성과 학문적 수양의 길을 포기하지 않고 시대와 상황을 달리하면서도 올바른 삶을 강구하기 위해, 역사적 굴레 속에서 논쟁을 거듭하던 주자학과 양명학의 제학설들 가운데 독자적인 학설과 논법을 연구했던 유종주는 명나라 멸망과 힘께 순국 자결한 인물이다. 명말 王門諸儒들의 소견이 각기 달라 양명학의 폐단이 속출하고, 주자학적 세계관으로도 더 이상의 극복 대안이 될 수 없다고 판단한 유종주는 전통 유학에서 유래된 신독학설을 부각시키면서, 유학자로서의 당위적인 윤리 의식과 올바른 수양의 길을 제시하고자 한다. 따라서 유종주가 창의적으로 고안해 낸 이론이 신독 학설이며, 그의 학설 가운데의 특징은 다음과 같이 요약될 수 있다. 첫째, 신독은 우주 본체론적 인식과 개인의 도덕 수양을 포함하는 양면적 구조 양상을 보인다. 그러면서도 참다운 인간이기를 포기하지 않는다면 마땅히 도덕 수양의 방법론적 시각으로 신독을 이해하는 쪽에 무게를 좀 더 실어준다. 둘째, ‘獨'을 양명학에서의 본심, 즉 良知라고 인식하고, 이 양지 심의 본체인 ‘독'이 곧 도덕 준칙을 포괄하는 것으로 파악한다. 셋째, 吾心의 주체 혹은 주체성이라는 존재론적 의미와 윤리적 실천으로서 의식과 신체를 가진 인간은 심 본체인 ‘독'에서 ‘삼가 해야 한다(愼)'는 것이 곧 인간의 주체 의지인 ‘意'를 ‘정성스럽게 한다(誠)'는 誠意說과 연결시킨다는 것이다. 이처럼 유종주는 인간의 도덕 수양론에서 신독과 성의를 第一義로 생각하였고, 나아가 中和의 경지에 이를 수 있는, 즉 子思의 致中和에 귀결되는 이론으로 접목시킨다. 이러한 이론은 후대에 와서 제자 황종희가 부분적으로는 氣 중심 이론을 발전시키면서 중국 철학의 사조를 바꾸는데 영향을 끼쳤다. 이와 같이 시대의 추세라는 관점에서 보면 유종주의 학설은 중국철학사에 있어서 명청 교체기의 비판과 종합의 사조에 있어 선구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 KCI등재

        韩国经学的研究倾向

        金容載(김용재) 한국양명학회 2012 陽明學 Vol.0 No.33

        한국에서의 경학 연구는 학문적 특성 상, ‘中語中文學'·‘漢文學'·‘哲學'·‘思想' 등의 영역에서 다양하게 연구되어 왔다. 특히 ‘中語中文學科' 전공에서의 경학은 주로 ‘文字學'(小學)과 ‘『詩經』'·‘『論語』' 중심의 연구가 主를 이루어 왔고, ‘漢文學' 전공에서는 五經과 四書에 대한 조선시대 유자들의 경전 주해를 주요 논제로 다루어 연구되어 왔다. 동양사상이나 철학 방면에서는 유가경전을 모두 섭렵하여 총괄적인 연구를 진행해 오기도 했으며, 사상사에 드러난 ‘인물' 중심의 연구도 아울러 병행되어 왔다. 특히 동양사상을 연구하는 유교경전 연구 방면에서는 十三經을 대상으로 광범위한 註釋(注疏)뿐만 아니라, 경서에 나타나 있는 인물과 사상(예컨대 정치사상·경제사상·교육사상·예술사상 등)들을 중점적으로 연구해 왔다. 뿐만 아니라, 경서에 담긴 註解 내용을 근저로 중국의 유가사상과 한국의 유가사상이 어떻게 다른지를 『집주』와의 同異點을 찾아내어 담론의 장을 이끌어내며 지금까지 주요 테제를 창의적으로 발굴하여 연구하고 있는 상황이다. 아무래도 조선시대의 유학이 주로 朱子學에 傾倒되어 왔기 때문에, 주자학 이면의 유자와 사상적 위상을 찾고자 하는 것이 지금의 연구과제로 각광받기도 하다. 이와 같이 한국에서의 ‘경학'은 각계각층으로부터, 또는 다양한 학문 영역으로부터 여러 방면의 學問思潮를 형성하며 제각기 연구되어 오고 있었다. 그리고 그러한 다양한 연구 활동이 하나의 창구로 일원화 되지 못하여, 일방통행식의 연구로 직진하여 왔다. 물론 어떤 경서에 대한 연구가 학문영역별로 똑같은 성과를 내놓지는 않는다. 다만, 같은 경서이기에 참고할만한 자료를 공유할 수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그러한 서로 간의 학문적 교류와 소통이 다소 미흡했었다. 이에 한국에서의 경학을 연구하거나 경학에 관심이 많은 자들은 좀 더 양적으로나 질적으로 우수한 ‘경학' 연구가 진행되기를 갈망하고 있었다. 때를 같이하여 각계각층의 학자와 교수들이 학회 창립의 필요성과 가능성을 타진하기에 이르게 되었고, 이는 한국의 수많은 경학 연구자들이 ‘한국경학학회'의 창립을 열망하고 있었음을 보여주는 것이기도 하였다. 역사적으로 보아도 경학은 우리나라 반만년 동안의 왕조 교체기 때마다 대두되었던 지도 체제였으며 이념이었다. 또한 동아시아 삼국의 한자문화권·유교문화권 내에서 경학은 韓·中·日 삼국의 교집합 요소라 할 수 있으며, 중추적 역할을 자임해온 것으로서 우리가 생각하고 있는 것, 그 이상이기도 하다. 그래서 한국 국내의 몇몇 학자들을 중심으로 한국경학학회 창립의 필요성이 본격적으로 대두되었고, 오랫동안의 숙고 끝에 2011년 2월 名實이 相符한 ‘韓國經學學會'가 창립되어, 당해 연도 4월부터 바로 학회의 제반 활동에 돌입하였다. 본고는 국내에서 한국경학학회가 창립된 후, 不斷한 학술활동과 연구발표 그리고 신진학자 발굴 등 왕성한 학회 활동과 향후 동향을 중국 산서성 산서대학 국제학술 심포지움에서 발표한 것이다.

      • KCI등재

        Floristic survey and five new records of fresh-water coccoid green algae (genus Coenochloris, Radiococcus, Schizochlamydella, and Thorakochloris)

        김용재 한국생태학회 2014 Journal of Ecology and Environment Vol.37 No.4

        A study on fresh-water green coccoid algae was carried out at ponds, swamps, reservoirs, lakes and rivers (290 sites) fromMay 2011 to January 2014. In this study, 4 genera and 13 taxa of the family Radiococaceae having the remnants of cellwall existing for a long time in the colonial gelatinous envelope are classified and identified from 24 sites. Many taxa ofthis family, however, have not been recorded in Korea yet. Of these 13 taxa, 5 taxa are newly recorded in Korea by thisstudy: 1) Schizochlamydella solitaria, 2) Thorakochloris planktonica, 3) Radiococcus bavaricus, 4) R. nimbatus, and 5) R. planktonicus.

      • KCI등재SCIESCOPUS

        Effect of the Outlet Edge at the Stationary Discontinuous Armature Permanent Magnet Linear Synchronous Motor

        김용재,허보영,Yong-Su,Um 한국물리학회 2007 THE JOURNAL OF THE KOREAN PHYSICAL SOCIETY Vol.50 No.I

        The stationary discontinuous armatures that are used in permanent magnet linear synchronous motors (PM-LSMs) have been proposed as a driving source for transportation systems. However, the high alteration of the attractive force produced between the armature's core and the mover's permanent magnet when a mover passes the boundary between the armature's installation part and non-installation part has been indicated as a problem of stationary discontinuous armature PM-LSMs. Therefore, we have analyzed the effect of the outlet edge on the mover's drive, which exists as a result of the discontinuous arrangement of the armature side. As a result, we have verified that the outlet edge cogging force functions as the force that pulls the mover in toward the armature's side at the entry interval and that pulls the mover back to the armature's side at the ejection interval. Moreover, we found that the velocity variation, which occurs at each outlet edge, was influenced by the outlet edge cogging force and the frictional force mechanically.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