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공공공간의 유비쿼터스화에 적합한 공공인터페이스 디자인 개념 연구 - 공공인터페이스 내 커뮤니케이션 구조의 분석을 중심으로 -

        김영찬 ( Kim Young Chan ) 한국디자인트렌드학회 2009 한국디자인포럼 Vol.22 No.-

        유비쿼터스는 공간에 대한 단순한 테크놀로지적 이슈라기보다는 공공공간과 공공공간 내 커뮤니케이션구조에 대한 새로운 패러다임이라 할 수 있다. 90년대 중반 가상공간이 등장하기 전까지 테크놀로지의 한계로 인해 일방적이고 강압적인 형태로 만들어져 왔던 공공공간의 커뮤니케이션 구조는 테크놀로지의 발전을 통해 이러한 억압적 구조를 해체시키고 있으며, 유비쿼터스의 상용화는 가상공간의 물리적 한계마저 극복해 내고 있다. 덕분에 물리적으로 단일한 차원이라 여겨져 왔던 공공공간은 유비쿼터스에 의한 시공간의 분절과 연계를 통해 다차원적 공간으로 재창조 되고 있다. 즉 공공공간은 점차 공동체 구성원 각자의 다양성을 포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변화되고 있는 것이다. 그러나 유비쿼터스가 공공공간의 커뮤니케이션 구조의 모든 문제를 해결해 낼 수 있는 것은 아니다. 비록 유비쿼터스가 그 공공공간에 속한 공동체 구성원 모두에게 각자의 주체성과 활동성을 보장해 주기는 하지만, 이들에게 부여된 각각의 힘과 욕망을 분배하고 조절하는 문제는 테크놀로지가 아닌 정치적 영역에 속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본 연구는 먼저 공공공간 내 구성원 각자의 자유와 합의를 가능케 해 주는 커뮤니케이션 구조를 연구한 후 이러한 구조에 적합한 인터페이스 디자인 개념을 제시하였다. 본 논문은 이러한 연구를 통하여 점차 유비쿼터스화 되어가는 공공공간에 적합한 새로운 공공인터페이스 디자인 개념을 제시함으로써 앞으로 다가올 자유롭고 창의적인 공공공간과 그 커뮤니케이션 구조의 창출에 기여하고자 한다. Ubiquitous technology is a new paradigm of communication on Public Space. The limitations of communication technology have resulted in unilateral and repressive communication systems until mid-1990s before the beginning of cyber-space. The new technological development in communication has dismantled the unilateral communication system. Moreover, the recently developing ubiquitous technology is overcoming the limits of communication in the cyber-space by real mutual communication system. The Public Space which used to be regarded as one-dimensional, has reconstructed as multi-dimensional spaces by communication technology of Ubiquitization. In other words, the ideal of a Public Space that is able to embrace the diversity of the members of its community is coming to fruition. However, ubiquitous technology cannot solve all the problems inherent in the current communication system. Although ubiquitous can enliven the subjectivity and activity of all members in Public Space, its results will invariably differ according to the political decisions on how the distribution of power and desire will be controlled. We have to put into consideration how we will analyze and design the Public Space when the communication within it is realized freely and in agreement. The goal of this study is to make a contribution by designing a new public space that is adaptable to the changes of Public Space on Ubiquitization.

      • KCI등재

        최인훈 소설의 근대와 자기인식

        김영찬 ( Young Chan Kim ) 韓國世界文學比較學會 2009 世界文學比較硏究 Vol.27 No.-

        Choi Inhun is a writer who envelope the possibility of Korean novel through blowing a hole in the stereotypes of novel and break fresh ground of ideological novel. And he is a very important writer that recognizes the contradiction of Korean modern in the form of ideal, then reflects that in his novels, with Lee Chungjun and Park Taesoon. His way of idealization as such demonstrates the meaning of his novels as starting point of novel in the 1960th that overcome the limit of novels in 1950th. Because symbolization of experience and idealization of the real with concreteness are impossible without some distance for objectification of the real out of that immediacy. Specially the core to which we must pay attention in Choi Inhun`s novel, is his literal method that symbolize his personal experience to symbol of existence condition of writer-intelligence in Korean modern situation and his critical thought about the modern in 1960th are hold together. There is the a basis that make possible Choi Inhun`s novel to reflect on interior and exterior of intelligence who live in the Korean modern in 1960th at once.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현대문학 : 한국적 근대와 성찰의 난경(難境) -최인훈의 『크리스마스 캐럴』 연구

        김영찬 ( Young Chan Kim ) 반교어문학회 2010 泮橋語文硏究 Vol.0 No.29

        최인훈의 『크리스마스 캐럴』은 난해한 작품이다. 그 난해함은 무엇보다 소설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나`와 아버지의 종잡을 수 없는 말장난으로 가득한 대화 내용에서 온다. 최인훈의 소설에서, 그 이면에 있는 것은 주제의식을 명징하게 전달하기보다 무질서한 형식 속에 흐트러트려놓는, 질서화를 거부하는 작가 특유의 형식충동이다. 그리고 그 특이한 형식충동은 이 소설에서 주제 자체를 지워가는 이해할 수 없는 대화양상에서만 나타나는 것이 아니라, 현실과 환상, 진담과 농담 등이 어지럽게 뒤섞여 있는 데서도 나타난다. 우리가 이 소설에서 읽어야 하는 것은 소설의 바로 그 이해할 수 없는 어지러움 자체야말로 최인훈 그 스스로가 경험한, 그리고 이 소설에서 전달하려고 하는 한국사회의 진정한 실체라는 점이다. 『크리스마스 캐럴』의 `이해할 수 없음`은 그 이해할 수 없는 한국 사회의 실체에 대한 작가 자신의 의식적 반응의 표현이다. 그것은 한국의 근대를 성찰하면서 그 성찰의 난경(難境)을 동시에 무대화하는 방식이다. 그것은 이 소설이 한국적 근대에 대한 성찰이면서도 다른 한편으로 그 성찰의 조건에 대한 성찰이기도 하다는 것을 의미한다. 그리고 그 자의식적 성찰의 이면에는 구속과 억압이라는 타율성 자체를 글쓰기의 조건으로서 받아들일 수밖에 없는, 그럼에도 불구하고 계속되어야 할 심미적 실천의 의지가 작동하고 있다. In-hoon Choi`s A Christmas Carol is too complicated to be fully analyzed. It ssubtle obscurity results from the absurd language play between the first person narrator and his father. The writer`s signature desire of the form of the unrepresentable, which scatters important themes in a chaotic style rather than in an orderly, organized one, dominates his world. The desire emerges in the mixture of reality and fantasy and of honest utterance sand jokes as well as in the dialogue that effaces the thematic whole itself. What one should read in this novel is that its very unintelligibility is the nature of the Korean culture that the writer experienced and endeavored to describe. The unintelligibility is a response of Choi to the labyrinthine reality of Korea. He puts the uneasiness of reflecting on the modernity of Korea on the stage. It means that the novel is a reflection on a Korean form of modernity and, at the same time, is a reflection on the condition of the reflection itself. The backdrop of the self-conscious reflection or the writers` will to esthetic practice-that embraces discipline as bedrock of writing-works out.

      • KCI등재
      • KCI등재

        음성변화이론의 변천 - 어휘확산이론을 중심으로 : 음성변화이론의 변천

        김영찬(Kim Young-Chan) 대한중국학회 2003 중국학 Vol.21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Neogrammarian regularity hypothesis represents the phonetically gradual, lexically abrupt sound change. Lexical diffusion, on the contrary, supposes the phonetically abrupt, lexically gradual sound change. According to Labov, neogrammarian change type and lexical diffusion change type coexist in sound change, so these two seemingly oppositional theories, in fact, mutually complementary. In this respect, lexical diffusion contributed to the study of sound change by fundamentally broadening its horizons.

      • KCI등재

        우울과 몽상 -포스트-IMF 시대 한국소설의 표정들-

        김영찬 ( Young Chan Kim ) 세계문학비교학회 ( 구 한국세계문학비교학회 ) 2007 世界文學比較硏究 Vol.20 No.-

        It is the commonsense of the loss that captures Korean fictions in 2000`s. At first, young writer`s literatures, in which jokes, lies, plays and daydreams develop themselves lightly are products of melancholy in the Post-IMF era. For all that, their cosmos of fictional imagination paradoxically shows the possibility of new fiction that cope with melancholy which they originate in. There are practice of imagination will to relieve and realize the value of minorities who pushed or been alienated voluntarily from the center, and are exploration for opening the space of new value. For example, new possibility of Yun Seonghee`s literary minimalism which has been grew in the soil of unhappiness and sorrow of minorities in this era, exists in that context. Her fictions allusively show us a point on which jokes and daydreams can meet subjective ethics that open the new way bearing and digesting the actual trauma, not remain in the self-sufficient microcosm which bury its head in the sand. And in that aspect, it is an interesting phenomenon that the change of Eun Heekyeong`s fictions which had been in the center of Korean literature in 1990`s are piled on the characteristic tendency of young writer`s fictions at that point. And in different way, Chung Jia and Yun Daenyeong`s fictions are developing their own literay exploration which can change the commonsense of the loss to the soil of possibility of new literature. Maybe the possibility of new Korean literature in Post-IMF era would come out from these various groping and exploration of fiction.

      • KCI등재

        복제기술에 있어 매체의 가능성에 대한 연구

        김영찬(Kim Young chan), 이강준(Lee Kang Joon), 김문석(Kim Moon Seok) 한국디자인리서치학회 2016 한국디자인리서치 Vol.1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매체는 특정 의지나 목적, 정보를 전달하는 도구이며, 이로 인해 기호적인 특성을 보이게 된다. 하지만 매체는 정보를 전달하는 과정에서 정보를 담아내는 담지체가 되며, 담지체로서 자신만의 고유한 물질성을 지닌 존재, 하나의 독립된 존재로서 기능하게 된다. 인간과의 상호작용 과정에서 단순한 도구를 넘어 독립된 인격체처럼 인간과 마주하게 되는 것이다. 문제는 복제기술이 이러한 매체의 기능을 왜곡시킨다는 점에 있다. 복제기술은 자본의 목적에 맞게 매체의 특성을 규격화·균질화시켜 버리고, 우리를 대량생산·대량소비 시스템의 체계와 질서에 맞춰 살아가게 만든다. 인간을 위해 만든 디자인이 인간을 지배하게 되는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복제기술의 가속화, 즉 매체의 시뮬라 시옹은 함열을 통해 이러한 현상을 안으로부터 붕괴시키고, 새로운 이상을 추구할 수 있는 원동력을 제공한다. Media is a tool for delivering certain intentions or objective, information. And doing like sign. But the medium is a carrier that capture the information in the process of conveying information. Therefore, the media are present with a material of the own, is caused to function as an independent existence. Thus standardized and homogenize media for the purposes of capital. We are surrounded by systems of mass production, mass consumption, and live according to that system and order. Being that we will dominate the media, we have made. Nevertheless Simulacra and Simulation of the medium thereby collapse from within this, via implosion.

      • KCI등재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