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저출산 극복을 위한 기업의 대응

        김영미,정지현,김혜숙 한국경제연구원 2018 한국경제연구원 세미나자료 Vol.18 No.6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김상희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부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성평등한 기업문화와 노동자의 일생활 균형 달성이 사람 중심 저출산 정책의 핵심 키워드”라며 “청년들이 일하고 싶어 하는 ‘워라밸 중소기업’을 확산해 일자리의 미스매치도 줄이고 기업경쟁력도 높일 수 있는 정책 등을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정춘숙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일?생활 균형과 일하는 방식 혁신 추진을 위한 국회포럼 공동대표)은 “개인의 삶이 보장되지 않는 과도한 근로문화를 개혁하는 것이 인구절벽 위기를 타파하는 중요한 열쇠”라고 말했다. 김영미 연세대학교 사회학과 교수는 “청년여성 중 고학력 비율이 세계 최고수준인 우리나라에서 모성패널티*를 줄이지 않으면 출산회피는 지속될 가능성이 높고, 중산층의 라이프 스타일을 유지하기 위해 맞벌이를 당연하게 받아들이고 있는 청년남성들 역시 배우자의 경력단절을 야기할 수 있는 출산에 적극적이지 않다”고 말했다. 이에 “직장 내 워라밸은 청년층 남녀의 출산결정에 중요한 조건이어서 기업이 이상적인 근로자를 자녀가 없는 ‘남성근로자’로 정하는 대신 육아와 돌봄을 하는 ‘부모근로자’로 설정하고 전반적인 업무과정을 이들이 유능하게 일할 수 있는 방식으로 바꾸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 교수는 또한 “청년들의 변화된 선호 등을 고려할 때 출산·육아에 적대적인 직장문화가 획기적이고 빠르게 변화하지 않는다면 저출산을 극복하기는 불가능하다”고 역설했다. 김혜숙 유한킴벌리 상무는 “저출산 극복을 위한 기업의 일?생활 균형을 위해 유한킴벌리는 유연근무제를 일찍이 1990년대부터 도입했다”며 “생산직 4조교대근무제(1993년), 관리직 시차출퇴근제(1994년), 영업직 현장출퇴근제(1995년)뿐 아니라 최근에는 스마트워크(2011년), 재택근무제(2012년)를 도입했다”고 강조했다. 또한 스마트워크의 일환으로 운영하고 있는 ‘변동좌석제’는 현재 근로자 80%가 이용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글로벌 소프트웨어 회사인 SAP 코리아의 정지현 HR 비즈니스 파트너는 사례발표를 통해 “여성인력 활용에 대한 비즈니스 가치에 대해서 명확히 하고 임원진의 강력한 후원을 받는 것이 지속 가능한 기업문화 확산에 중요한 요소 중의 하나” 라고 강조했다. 또한 “여직원 비율, 여성임원 비율 등 인사운영 전반에 걸쳐 구체적인 목표를 만들어 관리할 필요가 있다”며, “SAP의 경우 2015년에는 5년 후 여성임원비율을 25%까지 늘리는 것이 목표였는데 이미 달성해 2020년 30%가 될 때까지 매해 1%씩 늘리는 목표를 추가로 정했다” 고 말했다.

      • 자연과 함께 하는 곳, 충북 오창 한라비발디

        김영미,Kim, Yeong-Mi 한국주택협회 2006 주택과 사람들 Vol.197 No.-

        충북 오창의 한라비발디에 사는 김영미 주부는 요즘 들어 부쩍 행복감에 젖어든다고 한다. 오창지구 주변의 푸른 숲과 자연 환경 덕분에 자녀들의 정서적 안정에 도움이 된다는 그녀는 '이곳으로 이사오기 참 잘했다'는 생각에 뿌듯하다고 한다. 한국경제신문사가 선정하는 '2006년 상반기 주거문화대상'에서 종합대상을 받아 더욱 자부심을 느끼게 하는 오창 한라비발디에서의 라이프스타일을 엿보았다.

      • KCI등재후보

        중학생의 방과후 무용수업 재미요인이 무용활동만족과 무용소비행동에 미치는 영향

        김영미,조진영 한국무용과학회 2012 한국무용과학회지 Vol.28 No.-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find out the influence of fun factors of afterschool dance classes on dance activity satisfaction and dance consumption behavior of middle school students. Using a purposive sampling method, 273 students selected from randomly selected 8 middle schools located in Seoul, Gyeounggi, Chungcheong, and Gangwon province. Data were collected through the self-administrated 76 questionnaires. Collected data were analyzed to solve problems of the study with statistical methods such as t-test, one-way ANOVA, correlation analysis,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method. On the basis of the results analyzed, the conclusion were drawn as follows. First, female students are the higher dance activity satisfaction and dance consumption behavior than males. Third grade students are the higher dance activity satisfaction and dance consumption behavior than other grade ones. Second, student participate in jazz and dancesports are the higher dance activity satisfaction and dance consumption behavior than participate in Korean dance. There is significant difference dance activity satisfaction and dance consumption behavior according to dance class frequency, time, and duration. Third, there is significantly positive influence of all fun factors of dance participation on dance activity satisfaction. Forth, there is significantly positive influence of health and self-display fun factors of dance participation on consumption behavior. 이 연구에서는 중학생의 방과후 무용수업 재미요인이 무용활동만족과 무용소비행동에 미치는 영향을 규명하기 위해 유의표집 방법을 이용하여 서울시, 경기도, 강원도, 충청도 등 4개 지역에 소재한 중학교 중 현재 방과후 무용수업을 하고 있는 중학교를 지역별로 각 2개교씩 총 8개교를 선정하여 각 학교에서 주 1회 이상 방과후 무용수업에 참가하고 있는 학생 총 273명을 표집 하였다. 조사도구는 김영미, 한혜원(2005)의 재미요인과 김주희(2001)의 무용활동만족, 최윤영(2007)의 무용소비행동 설문지를 연구 대상에 맞도록 수정, 보완하여 사용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SPSS 18.0 프로그램을 이용하여 빈도분석, 상관분석, t-test, ANOVA, 중다회귀분석을 실시하여 연구 문제를 해결하였다. 그 결과 다음과 같은 결론을 도출하였다. 첫째, 여학생이 남학생에 비해 무용활동만족과 무용소비행동이 높다. 또한 3학년 학생들이 1,2학년 학생들에 비해 무용활동만족이 높으며, 무용관람 및 참가소비행동과 무용용품소비행동이 높다. 둘째, 한국무용에 참여하는 학생 보다는 현대무용, 재즈댄스나 스포츠댄스 같은 생활무용에 참여하는 학생들의 무용활동만족과 무용소비행동이 높다. 무용수업 횟수와 시간, 기간에 따라 무용활동만족과 무용소비행동은 유의한 차이가 있다. 무용수업 횟수는 2회가, 무용수업 시간은 1시간~1시간 30분 사이가, 무용참가 기간은 6개월 미만일 경우 무용활동만족과 무용소비행동이 높다. 셋째, 무용수업 재미요인 중 기술향상과 건강 그리고 성취감 요인은 무용활동만족에 긍정적 영향을 미친다. 넷째, 무용수업 재미요인 중 건강과 과시 요인은 무용소비행동에 긍정적 영향을 미친다.

      • KCI등재

        Mimicry and free speech: A new approach to predicting ESL learners’ communicative competence.

        김영미 한국멀티미디어언어교육학회 2011 Multimedia Assisted Language Learning Vol.14 No.3

        This paper explores the possibility of diagnosing ESL learners’ communicative competence by introducing mimicry test as an alternative measure of assessing their overall language proficiency level, which could simplify the complicated procedures of speaking tests utilized in the ESL contexts and make it feasible. Rating results of mimicry test and free speech test were compared to explore the possibility of adopting the examination of mimicry ability as an aptitude test for oral proficiency assessment. In addition, difficulty levels of two different task types used in mimicry and free speech have been weighed through the test takers’ self-assessment of their language proficiency. The spoken data analyzed in this article came from ESL classrooms at a major American university. Speech samples of participants were recorded onto computers using computer-based speaking test program, and they were rated by experienced native raters based on the holistic and analytic rating criteria. The results, by showing that ‘holistic’ scores for free speech and ‘analytic’ scores for mimicry were highly correlated, strongly advocated the viability of using mimicry as an alternative measure to assess the overall communicative language proficiency of L2 learners. Moreover, given the significant washback effect of introducing mimicry test into the ESL language classrooms, mimicry can be utilized as a means of obtaining the educational objective of teaching English to improve L2 learners’ communicative competence.

      • KCI등재

        지리과에서의 환경교육에 관한 연구 : 고등학교를 중심으로 Centering in High School

        김영미,김창환 한국환경교육학회 1998 環境 敎育 Vol.11 No.2

        On the border between the Geography subject and the Science subject, much of the content area is found to be inter-related or shared in common due to the characteristics of each subject. This possibly causes a problem of which of the two subjects should treat these overlapping areas with more responsibility and importance, and, as a result, might cause teachers to neglect the areas and result in insufficient treatment of the areas on both sides. In other words, these overlapping area can be overlooked on both subjects. On the other hand, as the science subject treats these areas more deeply and widely in both quantity and quality, the geography subject might lose its original content area to the science subject and accordingly lose its characteristics as an independent subject. To conclude, the following suggestions must be taken into consideration when we develop and organize the environment-related unit in the geography subject. First, the various real cases damaged by pollution, the efforts and steps to avoid being polluted, the inquiry questions and activities to set up the value of the environment conservation, and sufficient assistant materials such as maps, graphs, photos, illustrations, statistics, which will help to realize the environment problem more directly and clearly, must be presented in the textbooks. Second, as the environment education is not just teaching the environmental pollution, the content should be composed for the students to realize the value of the environment and to change their awareness and attitude toward the environment. Third, the environment education cannot be restricted to a certain subject, or it needs to be approached in multi-subject areas. To exercise a effective environment education while we maintain the unique characteristics of the geography subject, a way to link the environment and the region, which is one of the main concepts of geography, should be developed. Finally, textbooks are indispensible materials to teaching-learning, but for more effective teaching the teachers of geography should try to recompose and reorganize the content and to develop newer and more effective teaching material-aids.

      • KCI등재

        COPI as a Performance Test in the English Classrooms in Korea

        김영미 한국멀티미디어언어교육학회 2007 Multimedia Assisted Language Learning Vol.10 No.2

        This study is designed to emphasize the need to introduce speaking tests in Korean secondary schools where the listening tests are mainly employed as a performance test. For the purpose of examining whether the students with the high score on the listening test would attain high scores on the speaking test and vice versa, this study investigates the correlation between the two test results of the listening and the speaking tests of the first-year university students as a an average group representing those who have received secondary education in Korea. The conclusion is drawn that since there is a low correlation between the students' listening comprehension ability and their oral proficiency, the listening tests practiced in the middle and high schools in Korea do not seem to have contributed to the improvement of all the sub-components of the students' communicative competence. It could be said that the results of this study prove to be congruent with the Output Hypothesis by Swain (1993), indicating that more opportunities for producing output in the target language should be provided for the ESL learners.

      • KCI등재후보

        어린이집 교사의 의사결정 참여정도와 교사효능감에 관한 연구

        김영미 인지발달중재학회 2014 인지발달중재학회지 Vol.5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연구에서는 어린이집 교사의 의사결정 과정 참여정도와 교사효능감을 교사의 경력과 학 력, 교육연수, 그리고 교육연수에 따라 차이가 있는지 살펴보고, 의사결정 과정 참여정도와 교사효능감과의 관계를 파악하고자 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의사결정 참여정도는 교사의 경력과 학력, 교육연수 참여여부, 그리고 연령에 따라 차이가 있 었다. 즉 경력이 3년 미만인 교사보다 3년 이상인 교사가, 양성과정수료 및 2년제 대졸인 교 사보다 4년제 대졸 이상인 교사가, 교육연수에 참여한 교사가 참여하지 않은 교사보다, 그리 고 30세 이상인 교사가 30세 미만인 교사보다 의사결정 참여정도가 높았다. 둘째, 교사효능 감은 교사의 경력과 학력, 교육연수 참여여부, 그리고 연령에 따라 차이가 있었다. 즉 경력이 많은 교사일수록, 양성과정수료 및 2년제 대졸인 교사보다 4년제 대졸 이상인 교사, 교육연수 에 참여한 적이 있는 교사가 그렇지 않은 교사보다, 그리고 30세 이상인 교사가 30세 미만 인 교사보다 교사효능감이 높았다. 셋째, 교사의 의사결정 참여정도는 교사효능감과 통계적 으로 유의미한 정적 상관관계를 보였다. 이러한 연구결과를 볼 때, 보육교사들은 의사결정 참 여정도가 높을수록 교사효능감이 높음을 알 수 있다.

      • KCI등재

        여성정보화와 정책과제 : 정보통신부의 여성정보화정책을 중심으로

        김영미 부산대학교 여성연구소 2000 여성학연구 Vol.10 No.1

        This study aims to diagnose the present state of policy on the 'Informationization of Women' and to draw its meaning. From the judgement that the 'Informationization of Women' is the current of the times and the present disparity of informationization between both sexes has the influence on the roles of them in the future, the government tries to solve the problem in full activity. In the cases of Ministry of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and related posts, they accelerate the policy for the 'Informationization of Women' more and more. The policy for the 'Informationization of Women' that Ministry of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takes the lead shows more concern for the increase in quantity than the education in quality. Thus the study deals with the presentation of the problems and the future course of policy for the 'Informationization of Women'.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