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펼치기
        • 등재정보
          펼치기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펼치기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서부민간인 통제구역에서 4가지 둠벙 유형에 따른 수환경 특성과 습생식물 군집의 유사성 분석

        김승호,김재현,김재근 한국습지학회 2011 한국습지학회지 Vol.13 No.3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김승호 등(2011)에 의해 제안된 둠벙의 유형이 화학적 수환경 특성과 습지식물의 서식 유무를 반영하는지 확인하기 위하여 4가지 유형을 대표하는 CCZ 내 8개의 둠벙에서 습지식물상과 물의 화학적 특성을 조사하였다. 연구결과 샘통형 둠벙에서는 양이온과 음이온의 농도가 모두 낮았으며, 다른 유형의 둠벙에서는 양이온 또는 음이온의 농도가 높았다. 특히 물흐름형 둠벙인 경의선 둠벙에서는 양이온과 음이온이 모두 높게 나타나 지표수가 주로 유입됨을 보여주었다. 대체적으로 물의 화학적 특성과 습지식물상은 둠벙의 유형 분류에 따라 나누어짐을 보였다. 그러나 CCA와 cluster analysis 모두에서 물흐름형 둠벙은 서로 연관성이 없게 나타났다. 이는 둠벙의 분류 시 논과의 물교환보다 급수원이 더 중요함을 의미한다. 그러므로 이를 반영하는 새로운 둠벙 분류체계가 고려되어야 함을 제안한다.

      • KCI등재

        朴淵의 노힐부득 달달박박과 說話移住의양상과 의미

        김승호 한국어문교육연구회 2018 어문연구(語文硏究) Vol.46 No.4

        The purpose of the article is to explain why he came to Kaesong instead of Mt. Backwol in Changwon, which is known as the birthplace of the ‘No-Hill’ and ‘Dal-dal’ Located near Park Yeon, No-Hill and Dal-Dal's stone Buddhas are recorded in various literature by visitors and tourists. However, the stories of narrative story related to Park Yeon are all tale of dragons and there are no stories of the No-Hill, Dal-Dal. Therefore, it turns out that there is no narrative link between Park Yeon and No-Hill Dal-Dal. Nevertheless, the fact that Park Yeon was designated as a place for No-Hill and Dal-Dal seems to have its own cause. Here we tried to examine the cause in roughly three respects. First of all, I saw that there were many foreign stories such as Cheonma Mountain, Seongju Mountain, and the valley and Park Yeon in Daeheung-dong. The phenomenon of two holy men's story settlement in Kaesong is explained by the acceptance of unique folktales by Buddhist temples who do not mind taking part in preceding books that guarantee sacredness and spirituality. The Won-Tong temple is known as a Buddhist temple built to remember when a monk who was helped by Kanyeun Buddha became a Buddha On the other hand, I think it is related to the nature of the two holy men's stories of Mt. Nambaek, which is more strongly private than the legend. The battle between the two, aimed at becoming Buddha, contrasting a tolerant and generous mind, strongly suggests the folklore of No-Hill Dal-Dal story. In the end, the story of No-Hill Dal-Dal has changed from folklore to fanfare, and has become familiar in the Gaeseong area. In terms of narrative, the No-Hill and Dal-dal mean more than simple sculpture. It is a powerful proof that reveals the future of two holy men's story, which emerged during the Silla Dynasty. 김승호, 2018. 박연의 노힐부득 달달박박과 설화이주의 양상과 의미, 어문연구, 180 : 119~139 본고에서는 개성의 박연(朴淵)에 노힐부득․달달박박의 석불이 조성된 까닭이 무엇인지를 설화 전승적 측면에서 살펴보았다. 박연에 얽힌 설화들을 통사적으로 점검한 결과, 남백월이성(南白月二聖) 담이 큰 변이없이 개성권에 전승되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이성담(二聖談)이 개성권으로 이주(移住)한 점을 두고는 3가지 측면에서 타진하였다. 우선 이성(二聖)의 백월산(白月山) 수행처와 박연 주위의 경관, 입지가 유사한 탓에 이성담이 개성권(開城圈)에 정착한 것으로 보았다. 두 번째로 개성의 이성담은 선행 연기담에 편승하는 창사(創寺)설화의 속성과 관련된다고 판단했다. 즉 개성권의 신생 사찰의 연기(緣起) 담당층이 앞서 남백월이성담의 신성(神聖), 영험(靈驗)적 발현기능에 주목하는 한편 그를 전범으로 삼아 창사 유래를 마련한 흔적이 농후하다는 것이다. 이로써 원래 창원(昌原) 백월산남사(白月山南寺)의 연기담이었던 이성담이 개성까지 확장된 전승사적 이면을 어느 정도 엿볼 수 있었다.

      • KCI등재
      • KCI등재후보

        21세기 한국 개신교 목회자의 바람직한 영적 지도력에 관한 연구

        김승호,문병하 한국복음주의실천신학회 2008 복음과 실천신학 Vol.17 No.-

        21세의 현대사회는 급속도로 빠르게 변화해가는 사회이다. 이 가운데서 정치적으로, 경제적으로, 사회적으로, 그리고 종교적으로 많은 문제점들이 야기되어 왔다. 그래서 사람들은, 그리고 교회내에서 성도들은 이 암담한 상황 속에서도 사람들에게 희망을 주고 비전을 제시하며 자신을 희생하며 국민들을 섬기는 진정한 지도자들이 세워지기를 간절히 기다리고 있다. 선교초기부터 목회자들이 나라와 민족 앞에 영적, 사회적 지도력을 발휘해왔던 것처럼 21세기 한국교회 영적 지도자인 목회자들도 우리 동시대의 아픔을 함께 아파하고 나눔을 실천하는 섬김의 지도력을 실천하는 일에 우선 해야할 것이다. 목회자가 자신의 영역을 지킬 수 있는 유일한 길은 세상의 구원을 위해서 싸우는 데 있음에도 불구하고, 자신만을 위해 신의 권위를 빙자한 세속적 권력만을 취하고자 한다면 하나님과 예수 그리스도의 자녀와 제자이기를 포기하는 것이다. 지금까지 목회자의 영적 지도력에 관해서는 신학자와 목회자들 사이에서 나름대로 많은 주장들이 제시되어 왔다. 그러나 새롭게 펼쳐지는 21세기에 요구되어지는 창조적이며 효과적인 목회자의 영적 지도력이 요구되는 상황 속에서 21세기 한국교회의 목회자가 목회자의 본질을 도외시 하지 않고, 영적 지도자로서의 역할을 다하기 위해 본 논문은 교회 내외적인 문제들로 인한 21세기 한국교회의 목회적 상황과 그동안의 목회 지도력의 문제점을 파악해 보고, 바람직한 목회자상으로서 성서에 나타난 목회자상들을 살펴봄으로써 21세기 한국교회 목회자가 갖추어야할 영적 지도력으로써 변혁적 지도력, 종의 지도력, 멘토링의 지도력 등을 제시했다. In modern days, our country and the world are faced with many problems that appear insurmountable. In such a context, Christian leadership is an appropriate response because it enables one to relate to others, not as an expert who knows the way from experience, but as a partner who can help discover the way. Discovering the way is vital for today’s church and leaders. This paper aims at equipping pastors to play a leading role for the right directions in the lives of church members and fellow leaders through the study of the 21st century leadership model. The first part of this paper examines Korean church contexts in relation to Korean society (outside of the church) and the church itself (inside of the church) for causing problems and crisis of leadership. The latter part of this paper presents the definitions of spiritual leadership, the preferable pastorship in the Biblical viewpoint, and some kinds of spiritual leadership in practical perspective for the Korean Protestant pastors in the 21st century. Today’s church stands in want of some of transformational leadership, servant leadership, and mentoring leadership for the 21st century.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