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신라 혜공왕대 만월부인의 섭정

          김수태 신라사학회 2011 新羅史學報 Vol.0 No.22

          이 글에서는 혜공왕대 만월부인의 섭정과 관련된 여러 문제들을 새롭게 다루어보고자 한다. 경덕왕이 765년 사망하자 혜공왕은 그의 뒤를 이어 왕위에 올랐다. 그러나 혜공왕은 즉위하자마자 친정을 한 것은 아니었다. 즉위할 때 8살의 나이였기 때문에 모후인 만월부인이 섭정을 하였다. 이때 섭정정치란 섭정이 혼자서 정치를 마음대로 하는 것이 아니라 군신들과 함께 정치를 해나가겠다는 귀족연합정치를 말해주는 것이었다. 이에 혜공왕대의 초기는 만월부인으로 상징되는 전제주의세력과 반전제주의 진골귀족세력이 권력을 분점하게 되었다. 그 결과 이후 이들은 새로운 권력투쟁을 벌여나가야만 했다. 만월부인의 섭정에 합의한 두 정치세력의 관계는 곧바로 어그러졌던 것으로 보인다. 만월부인이 섭정을 통하여 그가 보호하고 있는 혜공왕의 권력기반을 새롭게 강화하려는 일련의 조치를 취하였던 것이다. 그러나 경덕왕 19년 이후 세력을 구축한 김옹과 김양상 등 반전제주의 귀족세력은 만월부인과 왕당파의 이러한 활동을 그대로 받아들이지 않았다. 그 결과 섭정인 만월부인이 물러나고, 혜공왕이 친정을 하게 되었다. 그 시기는 대체적으로 혜공왕 7년 성덕대왕신종이 완성된 무렵이었다. 이것은 섭정인 만월부인과 정치적 대립 갈등을 벌이던 정치세력들의 승리를 상징적으로 표현해주는 것으로 생각된다. 혜공왕 친정기 만월부인의 동향은 구체적으로 파악하기 힘들다. 그녀는 반전제주의 정치세력에 의해서 섭정에서 물러난 후 정치적으로 활동하는 데에 많은 제약을 받았다. 그러나 김옹 및 김양상 등 반전제주의 진골귀족세력이 더욱 강화된 혜공왕 10년 이후에 만월부인은 다시 새로운 변화를 시도하였다. 두 차례에 걸친 모반을 통해서였다. 그러나 혜공왕의 왕권강화를 추구한 만월부인의 노력은 실패로 그쳤다. 그리고 혜공왕이 시해됨으로써 만월부인의 정치적 노력은 더 이상 계속될 수 없었다. 그만큼 만월부인과 혜공왕은 서로 분리되는 것이 아니라 서로 연결되어 있으며 정치적 운명을 함께 하는 세력이었던 것이다.

        • KCI등재

          신라 혜공왕대 만월부인의 섭정

          김수태(金壽泰) 신라사학회 2011 新羅史學報 Vol.0 No.22

          이 글에서는 혜공왕대 만월부인의 섭정과 관련된 여러 문제들을 새롭게 다루어보고자 한다. 경덕왕이 765년 사망하자 혜공왕은 그의 뒤를 이어 왕위에 올랐다. 그러나 혜공왕은 즉위하자마자 친정을 한 것은 아니었다. 즉위할 때 8살의 나이였기 때문에 모후인 만월부인이 섭정을 하였다. 이때 섭정정치란 섭정이 혼자서 정치를 마음대로 하는 것이 아니라 군신들과 함께 정치를 해나가겠다는 귀족연합정치를 말해주는 것이었다. 이에 혜공왕대의 초기는 만월부인으로 상징되는 전제주의세력과 반전제주의 진골귀족세력이 권력을 분점하게 되었다. 그 결과 이후 이들은 세로운 권력투쟁을 벌여나가야만 했다. 만월부인의 섭정에 합의한 두 정치세력의 관계는 곧바로 어그러졌던 것으로 보인다, 만월부인이 섭정을 통하여 그가 보호하고 있는 혜공왕의 권력기반을 새롭게 강화하려는 일련의 조치를 취하였던 것이다. 경덕왕 19년 이후 세력을 구축한 김옹과 김양상 등 반전제주의 귀족세력은 만월부인과 왕당파의 이러한 활동을 그대로 받아들이지 않았다. 그 결과 섭정인 만월부인이 물러나고, 혜공왕이 친정을 하게 되었다. 그 시기는 대체적으로 혜공왕 7년 성덕대왕신종이 완성된 무렵이었다. 이것은 섭정인 만월부인과 정치적 대립 갈등을 벌이던 정치세력들의 승리를 상징적으로 표현해주는 것으로 생각된다. 혜공왕 친정기 만월부인의 동향은 구체적으로 파악하기 힘들다. 그녀는 반전제주의 정치세력에 의해서 섭정에서 물러난 후 정치적으로 활동하는 데에 많은 제약을 받았다. 그러나 김옹 및 김양상 등 반전제주의 진골귀족세력이 더욱 강화된 혜공왕 10년 이후에 만월부인은 다시 새로운 변화를 시도하였다. 두 차례에 걸친 모반을 통해서였다. 그러나 혜공왕의 왕권강화를 추구한 만월부인의 노력은 실패로 그쳤다. 그리고 혜공왕이 시해됨으로써 만월부인의 정치적 노력은 더 이상 계속될 수 없었다. 그만큼 만월부인과 혜공왕은 서로 분리되는 것이 아니라 서로 연결되어 있으며 정치적 운명을 함께 하는 세력이었던 것이다.

        • KCI등재

          신라 중대의 대신과 재상 -<성덕대왕신종명>을 중심으로-

          김수태 신라사학회 2019 新羅史學報 Vol.0 No.45

          Centered on the inscription on the Bell of King Seongdeok of Silla, this paper focuses on matters regarding two government positions during the middle period of Silla, Daesin and Jaesang. Then, based on such a review, a new view on the noble gathering council during the middle period of Silla will be presented. I hope that this attempt will be an opportunity to call attention to the study of the history of political institution during the middle period of Silla, which is now in a lull. In the inscription on the Bell of King Seongdeok the Great of Silla which was made in the period of king Hyegong, the mentioned word ‘Sin' in relation to Kim Ong and Kim Yang-sang, who were responsible for the production, means Daesin. It can be understood that the exclusive use of word 'Sin' was intended to emphasize their distinction from other people. In addition, through acknowledging the existence of Daesin, the council of Daesin could have been able to differentiate from the noble meetings. Meanwhile, Kim Ong appears as a Prime Jaesang in the inscription on the Bell of King Seongdeok the Great of Silla. On the other hand, Kim Yang-sang, who was also one of the chief supervisor, does not appear as Jaesang. The inscription on the Bell of King Seongdeok the Great of Silla provides a profound help in understanding the relationship between Daesin and Jaesang. This is because not all Daesin could become Jaesang. In addition to the fact that Jaesang was elected from Daesin, it shows the possibility that the council of Jaesang could have specifically existed. The fact that there were various types of noble gatherings during the middle period of Silla demonstrates that the royal authority was even more strengthened during this era. It is also evident that the nobles who participated in those councils of state affairs would have become more bureaucratic. In addition, it can be said that the excessive concentration of powers pursued by the Silla regime of the middle period led to a decentralization of power by internal collapse. 이 글에서는 <성덕대왕신종명>을 중심으로 신라 중대로 한정시켜서, 대신과 재상의 문제를 다시 다루어보고자 한다. 이어서 그러한 검토를 바탕으로 신라 중대의 귀족회의에 대해서도 새로운 견해를 제시해볼 것이다. 이러한 시도가 현재 소강상태에 놓여있는 신라 중대의 정치제도사연구에 대한 관심을 촉구시킬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 혜공왕대 만들어진 성덕대왕신종의 명문에서서 종을 제작한 책임자인 김옹과 김양상과 관련해서 언급된 ‘신'은 바로 대신을 말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이들에게만 ‘신'을 사용한 사실은 이들이 여러 다른 인물들과는 구별되는 특별한 존재임을 부각시키기 위한 것으로 이해된다. 또한 이러한 대신의 존재를 통해서 귀족회의에서 대신회의를 새롭게 상정할 수 있을 것이다. 한편 <성덕대왕신종명>에는 김옹이 상재상으로 나오고 있다. 이와 달리 역시 최고 실력자의 한 명이었던 김양상은 재상으로 나오고 있지 않다. 이는 <성덕대왕신종명>은 재상과 대신의 관계를 이해하는데 커다란 도움을 준다. 대신이라고 해서 모두가 재상이 되었던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그리고 대신 안에서 재상이 나왔다는 사실과 함께, 재상회의가 구체적으로 존재했을 가능성을 알려주고 있다. 이와 같이 중대에 여러 형태의 귀족회의가 존재했다는 사실은, 중대의 왕권이 더욱 전제화된 모습을 보여준다고 이해된다. 그리고 중대의 여러 국정회의에 참여한 귀족들은 더욱 관료화되는 양상을 띠게 되었을 것임이 분명하다. 아울러 중대정권이 추구한 지나친 권력집중이 오히려 내부붕괴에 의한 권력분산을 초래하였다고 말할 수 있을 것이다.

        • KCI등재

          간에서 발생한 기능성 부신 잔유 종양 1 예

          김수태,김용일,이홍규,오태근,민헌기,김성연,박경수,고재준,박재형 대한내과학회 1993 대한내과학회지 Vol.45 No.4

          Adrenal rest tumor is an aberrantly located collection of adrenocortical tissue which has been most commonly described in abdominal and pelvic sites. Occasionally adrenal rest tumors have been reported to occur in the liver. We report a case of a large hypervasular hepatic tumor in 32-year-old female patient presented with virilization and inferility, Serum testosterone and dehy-droepiandrosterone sulfate (DHEA-S) levels were elevated and there was an increase in urinary 17-ketosteroid and free cortisol. Abdominal CT scan showed a huge mBss in posterior segment of right lobe of liver. Celiac angiography and abdominal aortography showed a hypervascular tumor in right lobe of liver, which was mainly supplied by right hepatic artery and parasitically supplied by right adrenal and inferior phrenic arteries. Venous drainage of tumor was via right hepatic vein. But selective venous sampling by inferior vena cava catheterization failed to localize the site of hypersecretion of stenoid hormone levels. In operative findings, both adrenal glands were intact. Tumor was found in posterior surface of right lobe of liver. After right lobectomy of liver, the serum DHEA-S level was decreased to normal range by post-op 4th day. To our knowledge, this is the first case of an adrenal rest tumor of the liver proved to be functionally active in Korea.

        • SCOPUSKCI등재
        • SCOPUSKCI등재

          간절제술의 외과적 적응 및 성적

          김수태,이건욱,윤효영,김건표 대한소화기학회 1993 대한소화기학회지 Vol.25 No.3

          Until the end of 1990, a total of 402 hepatic resections were completed including 319 primary malignaneies, 4 secondary malignancies, 2 gallbladder carcinomas, 42 intrahepatic cholelithiasis and 35 benign masses. Major hepatic resections were performed on 117 patients (29%). Of the 117 patients, 60 (51%) of patients had histologically proven liver cirrhosis. Minor hepatic resections were performed on 285 patients (71%). Sepsis was the most frequent complication, manifested primarily as wound infection (71 cases) or intra-abdominal infection (25 cases). Nonfatal hepatic failure occured in 9 patienta with cirrhosis and in 1 patient without cirrhosis. There were 38 operative deaths among 402 hepatic resections, for an overall operative mortality of 9.4%. Twenty five of these patients died from hepatic failure after operation, accounting for 66% of the total operative mortality. The frequency of the hepatic resection was increasing during the last five years. Indications for resection increase from 87 to 197 resections for hepatocellular carcinoma. The cumulative data show decrease in complieation rate and operative mortality. In the recent period, nonlethal postoperative complications have occured in 135 of 286 patients (47%). The overall survival rates in 172 patients excluding operative mortalities and palliative resections and reresection, were 71.0%, 39.8%, 28.3% for 1, 3, and 5 year.

        • SCOPUSKCI등재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