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한국 장애인 문학의 새로운 지평

          김세령(Se Ryoung Kim) 한국현대소설학회 2015 현대소설연구 Vol.0 No.59

          본 논문은 ‘장애인 문학’을 광의의 개념으로 포괄하되, 한국 장애인 문학의 새로운 지평을 열어 가고 있는 김미선 소설의 장애인 문학으로서의 의의와 한계를 밝히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김미선의 등단작부터 최근 발표작까지 소설 작품 모두를 대상으로 작가론의 입장에서 작품세계의 총체적인 의미를 규명하고자 하였다. 또한 장애인 문학을 향한 작가의 방황과 모색이 한국 장애인 운동사나 한국 소설사에서 유의미한 행보를 보여주고 있다는 점에서 작가의 삶과 고민을 확인할 수 있는 에세이, 신문기사 등을폭넓게 참조하였다. 나아가 장애인에 대한 한국 사회의 인식이나 장애 운동의 패러다임 변화가 작가의 생애나 작품 변모와도 긴밀히 연결되고 있기때문에 이 부분도 함께 해명하고자 하였다. 먼저 장애인 작가로서의 ‘정체성’ 찾기의 과정을 통해 작가는 다양한 변모를 보여주었다. 김미선은 자신의 ‘장애’를 명시적으로 소설에 드러낼 경우 1990년대 중반에는 문단에서 평가절하되기 쉬웠기 때문에 자신의 작품속에 장애를 드러내지 않기 위해 노력하였다. 그러나 장애인으로서 자신의삶과 고통을 문학으로 온전히 형상해 내었던 <눈이 내리네>가 호평을 받으면서, ‘장애’가 자신의 문학의 중심이 될 수 있다는 장애인 작가로서의 정체성을 발견하게 된다. 그러나 장애 문제를 전면에 내세웠던 <집으로 돌아오는 날>이 강한 비판을 받게 되면서 거친 감정 토로에 머물 때 독자와 공감될 수 없다는 뼈아픈 경험을 겪는다. 이를 계기로 장애인 작가로서의 자신의 삶과 생각을 소설이 아닌 에세이 형식으로 자유롭게 표현하는 글쓰기에 매진하였다. 2000년대 중반 이후 김미선은 글을 통한 장애 문제 해결에대한 한계를 절감하면서, 장애인 인권 운동에 주도적으로 참여하며 장애인으로서의 주체적이고 능동적인 ‘정체성’을 확보하기 위한 법률 제정에 참여한다. 그러나 자신의 열정과는 달리 여러 이해집단의 갈등을 목도하면서다시금 문학으로 눈을 돌리게 된다. 장애인 인권 운동을 통해 장애인으로서의 확고한 정체성이 확보된 뒤였기 때문에, 이후의 창작은 장애인으로서의 자신의 삶과 고통을 벗어나 장애인 타자나 다른 인물들과의 연대와 소통을 보여주었다. 한편 <깊은 우물>과 ≪버스 드라이버≫는 장애인 작가로서의 ‘정체성’을발견하는 계기가 되었던 초기작 <눈이 내리네>와 대조해 볼 때 장애인 문학으로서 김미선 소설이 갖는 ‘글쓰기’와 ‘몸’에 대한 유의미한 변화를 확인해볼 수 있다. <눈이 내리네>는 장애를 가진 자기 존재의 정당성을 발견하기위해 포기할 수 없었던 글쓰기, 그러나 아직은 구체적인 방향성을 알 수 없는 비정형화된 혼돈의 글쓰기로 드러난다. 그러나 장애인 작가로서의 ‘정체성’ 찾기의 긴 여정을 통해 장애인 타자에 대한 관심으로까지 확대되고 작중인물들 간의 소통과 연대를 꾀하게 된 최근에 와서는 장애인 문학으로서 보다 뚜렷해진 글쓰기의 목표를 보여준다. 대학생 장애인 운동을 함께 했던과거의 친구들을 떠올리면서, <깊은 우물>에서는 자신을 통해 타자들을 바라보는 글쓰기로 변모하고 있다. 즉, 장애인 주체인 나뿐만 아니라 타자들의 삶에도 귀 기울이는 글쓰기를 꾀하는 것이다. 특히 ‘몸’에 대한 인식 변모는 장애인 여성 작가로서 김미선이 갖는 중요한 의의를 보여주는데, <눈이내리네>의 타자화된 몸에서 벗어나 억압된 몸으로부터의 해방을 모색하고있다. 장애인 운동의 경험을 통해 장애를 비정상적인 것이 아닌 가치 있는것으로 바라보게 되면서 장애인 여성도 성적 욕망이나 여성성을 자유롭게발현할 수 있는 주체적 존재임을 보여주고 있는 것이다. 이러한 의의들에도 불구하고 김미선의 작품 대부분이 작가의 삶을 기반으로 주요 에피소드를 구성해 나가고 있고, 때로는 이와 관련된 자신의 생각과 느낌이 장황하게 기술되거나 주제 의식을 드러내기 위해 결말이 비약적으로 마무리되고 있다는 문학적 완성도 면에서의 몇 가지 한계를 드러내기도 하였다. 그러나 김미선의 소설 성과는 한국 장애인 운동과 한국 소설사에서 중요한 가치를 갖는다. 장애인 당사자가 주체가 된 장애인 문학을 통해 최근의 변모된 장애 패러다임을 온전히 실천하고 있으며, 장애인 문학의 영토를 풍요롭게 하면서 한국 문학사의 지평을 넓히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다양한 소설적 변주를 통해 자신의 삶이 객관화되고 타자의 삶이 형상화되거나 장애인 당사자로서 감정 과잉을 점차 벗어나며 장애인 문학의 글쓰기가갖는 의미, 소수자와의 소통과 연대, 장애인 여성의 욕망과 여성성 등에서중요한 통찰을 보여주고 있기 때문에 앞으로의 창작이 더욱 기대된다. ‘The disability literature’ in a broad sense includes literature based on the issue of disability and representing disabled as characters. In a narrow sense, some was created by disabled authors. In this paper, the subject is to focus on Misun kim`s novels which opened a new prospect in the field of that kind of literature. The purpose of this paper is to show to explore the significance and limitations of Misun kim`s novels in perspective of being literature that includes disability issue and disabled people characters. Misun kim has found her identity as a disabled writer since she published debut novel. But later on she settled to write a novel “It Snows” that involved the disability issue and described her life along with her spouse, who was also disabled. The novel was well received. However the next novel was subjected to severe criticism when it was published representing her disabled life as it was. She was frustrated. She strove to write frank essays about her life and her thoughts. She took part in the disabled people rights movement. She could write about other disabled people and their solidarity, after she experienced joining the disabled people rights movement and established her identity as the writer of the field. Recently, her novels change recognition of ‘the purpose of her writing’ and ‘body perspective’ in comparison with the early novels. she got free from chaos unconscious writing and objectified disabled body in the early novels. She found the way of writing in which she saw life of the other disabled through her own eyes. She realized the beauty of disabled body itself and freed the concept from oppressed body idea. Therefore, her novels have the important value in the Korean disabled rights movement and Korean novel history, although her novels sometimes were based on her life and were not completed in the plots and expression.

        • KCI등재

          Inhibition of Foodborne Pathogens and Spoilage Bacteria and Their Structural Changes by Ethanol Extract of Schizandra chinensis Baillon

          김세령,김미라,Kim, Se-Ryoung,Kim, Mee-Ra The East Asian Society of Dietary Life 2012 東아시아食生活學會誌 Vol.22 No.1

          본 연구에서는 오미자 에탄올 추출물의 천연 항균제로서의 이용 가능성을 살펴보기 위하여 식품 위해성 세균에 대한 항균활성을 측정하였다. Paper disc diffusion test와 최소저해 농도(MIC) 측정에서는 오미자 에탄올 추출물이 Listeria monocytogenes, Bacillus cereus, Escherichia coli O157:H7에 대해 큰 생육저해환과 낮은 MIC를 나타내었다. Time-kill assay에서는 L. monocytogenes의 생육이 오미자 에탄올 추출물에 의해 가장 저해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오미자 에탄올 추출물을 처리한 E. coli, E. coli O157:H7, Staphylococcus aureus, Pseudomonas aeruginosa에서는 ${\beta}$-galactosidase와 o-nitrophenyl-${\beta}$-D-galactoside가 높은 반응을 나타냄으로써 오미자 에탄올 추출물로 인해 세포막 손상이 유발됨을 유추할 수 있었다. 또한 E. coli, E. coli O157:H7, P. aeruginosa, Salmonella Typhimurium 등 그람음성균에서는 오미자 에탄올 추출물의 처리 농도가 높을수록 세포구성물의 유출과 세포 외막의 투과성이 증가하는 현상이 나타났다. 시차주사현미경(SEM)과 투과전자현미경(TEM)을 이용하여 관찰한 세포구조에서도 오미자 에탄올 추출물 처리 시 세포막의 부분적인 파괴와 세포 팽윤이 일어난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따라서 이들 결과는 오미자 에탄올 추출물이 식품위해성 세균에 대해 높은 항균 활성을 가지고 있으며, 천연 항균소재로서의 이용 가능성이 있음을 보여주었다. This study analyzed the antibacterial activity of the ethanol extract of Schizandra chinensis Baillon against food pathogenic microorganisms to determine its capabilities as a natural antimicrobial agent. A paper disc diffusion test, minimum inhibitory concentration (MIC) determination, and time-kill assay showed that the ethanol extract strongly inhibits the growth of Listeria monocytogenes, Bacillus cereus, Escherichia coli O157:H7, and Pseudomonas aeruginosa. Release of cytoplasmic ${\beta}$-galactosidase was detected in E. coli, E. coli O157:H7, S. aureus, and P. aeruginosa treated with the ethanol extract. An increase of outer membrane permeability caused by the ethanol extract was also observed. An outward flow of cell constituents was detected in the Gram negative strains treated with the ethanol extract. These results imply that the inner and outer membranes of cells were partially destroyed and cell constituents were released by the treatment of the S. chinensis Baillon ethanol extract. The results of this study indicate that ethanol extract of S. chinensis Baillon evidences a fairly good antibacterial effect.

        • KCI등재

          1950년대 김유정론 연구

          김세령 ( Se Ryoung Kim ) 현대문학이론학회 2012 現代文學理論硏究 Vol.0 No.49

          이 글은 김유정 문학이 한국문학사에서 유의미한 전통으로 자리매김되었던 기원을 살펴보기 위해서 1950년대 김유정론에 주목하였다. 이러한 작업은 김유정 문학을 보다 깊이 이해하는데 의미 있는 시사점을 제공해줄 것이다. 1950년대 김유정론은 1930년대의 단편적인 논의나 회고담을 넘어 전문화된 실천비평을 보여주며, 문학사적인 접근을 통해 김유정 문학에 대한 본격적인 평가를 내리고 있다. 정창범의 김유정론 은 김유정의 작품세계를 두 계열로 유형화하면서 편의상의 분류라는 한계를 드러내기도 하지만 김유정 문학의 주요 특징을 의미있게 포착하고 있다. 인간 김유정을 희화화한 유형에 대해서는 김유정의 삶과 구체적인 작품을 밀착시켜 논의를 심화시켰고, ``시굴띄기의 어리석음``의 유형에 대해서는 부정적인 평가를 내리고 있다. 김유정의 문학에서 드러나는 ``시굴띄기의 어리석음``은 1930년대의 내적 구조와 부합되면서 그만의 독특한 작품세계로 형상화되었다는 점에서 긍정적인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그러나 오늘의 시점을 고려하여 평가할 때 시대감각이 변화된 1950년대에도 여전히 지속되고 있는 ``시굴띄기의 어리석음``은 시대착오적인 현상이라는 점에서 계승할 만한 현재적 가치가 있는 ``고전``이 되지 못하고 청산할 ``한국의 전통적인 생리``로 평가 받는 것이다. This article focuses on the criticisms of Kim You-jeong`s novel in the 1950s, which was established as a significant tradition, These tasks provides more in-depth understanding of Kim You-jeong`s literature. The criticisms of Kim You-jeong`s novel in the 1950s shows more specialized practice criticism than in the 1930s. First, Jeong Chang-beom divides into two groups, namely literature which caricature Kim You-jeong and is melted country bumpkin`s stupidity. Jeong Chang-beom make a negative estimation about Kim You-jeong`s novel on the history of literature, Secondly, Jeong Tae-yong highly appreciates Kim You-Jeong`s novel as traditional which is humble literature, namely writer comes down until character, active nihilism, national sentence, Thirdly, Yoon Byeong-ro presents a balanced account of Kim You-jeong`s novel, he divides Kim You-jeong`s novel into three groups, in other words "I" story novel, the traditional Korea vocabulary novel, and life group novel, The criticisms of Kim You-jeong`s novel in the 1950s Take the realistic limit due to time constraints. but they evaluates comprehensively Both Marginal and value of the Kim You-jeong`s novel Analyzing his main works, Based on these results, Since the 1960s, The criticisms of Kim You-jeong`s novel become active.

        • KCI등재

          김병익의 초기 비평 연구

          김세령 ( Se Ryoung Kim ) 현대문학이론학회 2011 現代文學理論硏究 Vol.0 No.45

          이 글은 김병익 비평의 기원이 되는 초기 비평을 중심으로 그의 비평 세계를 재구성하고, 그 비평사적 의의와 한계를 밝히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특히 4·19세대 비평가라는 당대의 비평적 맥락 속에서 김병익 비평이 갖는 의미를 규명해 보고자 하였다. 첫째, 김병익은 전후세대 문학을 비판하고 4·19세대 문학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내면서 4·19세대 문학을 차별화하고 있다. 그러나 동시에 전후세대와의 연속성도 강조한다. 나아가 그는 한국 문학에서 지속적으로 제기되었던 세대교체론에 대한 반성을 보여주면서, 다른 세대에 대한 이해와 대화를 강조하는 세대 연대론을 주장하고 있다. 4·19세대로서 자유와 다양성을 지향하는 한편 세대 간의 연대를 강조할 때 그의 비평은 끊임없이 지나간 세대의 문학을 반성하고 성찰하는 동시에 새로운 세대의 문학과도 소통할 수 있었다. 둘째, 김병익은 다른 4·19세대 비평가들과는 달리 작품에 대한 이해와 치밀한 분석을 통해 작품이나 비평가들과 소통하며 독자에게 설득력 있게 다가가고 있다. 성실한 작품 분석이 중심이 된 비평 작업은 이론적인 깊이나 창조적인 문학성과는 거리를 두게 하였고, 작품에 대한 애정 어린 평가는 때때로 상반된 견해가 종합되지 못한 채 이질적으로 드러나도록 하였다. 셋째, 김병익은 문학의 내재적 가치에 주목하며 작품에 대한 섬세한 분석과 평가가 돋보였던 『문학과 지성』 계열 비평가들의 특징을 공유하고 있다. 또한 4·19가 정치적으로는 실패했지만 4·19세대에게 문화적인 변혁과 전망을 가능하게 했다는 깨달음은 문학이 현실에 직접 참여하기보다는 현실을 초월하며 문학적 전망을 제시해야 한다는 그의 문학관을 형성해 주었다. 그런데 주목되는 것은 문학과 현실의 관계를 모색할 때 다른 4·19세대 비평가들에 비해 균형 잡힌 시각을 보여준다는 점이다. 이러한 김병익 초기 비평의 특징은 이후 비평 활동의 중요한 기반이 되었다. 4·19세대 문학에 대한 차별화와 자기반성, 세대 연대 의식은 급격한 현실의 변모 속에서 김병익이 4·19세대 비평가로서 자신이 갖고 있었던 한계를 수정해 나가는 한편 1980년대 운동권 문학, 1990년대 이후의 신세대 문학의 가능성을 발견하도록 이끌었다. 또한 그의 비평이 이론적인 체계보다는 분석을 통한 소통과 작품을 기반으로 한 이해를 바탕으로 하고 있기 때문에 김병익은 새롭게 변화된 다양한 작품, 다양한 입장들과도 열린 시각으로 소통해 나갈 수 있었다. 특히 그는 문학과 현실의 균형을 모색하며 새로운 문학적 전망을 끊임없이 제시해 나감으로써 현장 비평가로서 의미 있는 활동을 지속할 수 있었다. The purpose of this thesis is to study on Kim Byoung-ik`s early criticism with attention to the origin of his criticism and to turn out the achievement and limitation in view of criticism history. In addition, the analysis of his criticism in the context of the 4·19 generation critic were investigated and reconstructed in the meaning of criticism history. Kim Byoung-ik had common ground of the 4·19 generation criticism, especially literary and intellectual. But he revealed the unique criticism. the first, he differentiated 4·19 generation literature from postwar generation literature and argued the generation solidarity. the second, he sought the communication through the analysis and understanding on the literary work. the third, he pursued balance of the literature and the reality, and showed the literary view.

        • KCI등재

          1950년대 이후 한국 기독교문학론 연구 -``기독교문학``에 대한 개념과 범주 설정을 중심으로-

          김세령 ( Se Ryoung Kim ) 기독교학문연구회 2012 신앙과 학문 Vol.17 No.3

          This study critically investigated korean ``christianity literature`` discussions about the concept and category settings and proposed the direction of ``christianity literature`` research, As the research theory of Korean christianity literature, this paper was included important discussions on the establishment for concept and category of ``christianity literature`` from the 1950s until recently. The discussion of the 1950s-1960s was shown on establishing ``christianity`` ``literature`` created by Christian writers, It showed an introductory statement, However, it has formed an important foundation of korean christianity literature discussion. The discussion of the 1970s-1980s sought the naturalization of ``christianity literature``. It was expressed problem on a wide establishment for concept and category of ``christianity literature``, But It developed into more specialized discussions, The discussion of the 1990s-2000s Revealed the pluralism of ``christianity literature``, It showed earnest and deepened the discussion, However, It threatened identity of the ``christianity literature``, Therefore, we should be separated research korean ``christianity literature`` and korean literature ``associated with`` christianity. 2000년대 이후 한국 기독교문학 혹은 기독교 관련 한국문학에 대한 연구의 양적 확대는 ``기독교``와 연결된 스펙트럼을 지나치게 넓혀 ``기독교문학``의 정체성을 희석시키고 있다. 이러한 시점에서 본 연구는 1950년대 이후 한국 ``기독교문학``에 대한 개념과 범주 설정 논의들이 어떠한 성과를 이루었는지 비판적으로 고찰하고 한국 ``기독교문학``의 범주와 개념을 다시금 체계화하는 한편 앞으로 나아가야 할 기독교문학 연구의 방향을 제시해 보고자 하였다. 1950년대-1960년대 한국 ``기독교문학``의 범주와 개념에 대한 논의는 문인들을 중심으로 개론적인 진술에 머물고 있지만, 기독교 작가가 창작한 ``기독교`` ``문학``이라는 개념과 범주를 정립하면서 한국 기독교문학론의 중요한 토대를 형성하였다. 1970년대-1980년대에는 한국 기독교문학의 성과를 통해 ``기독교문학``의 토착화를 기독교 문학 모색하였다. 한국문학 안에서의 기독교의 ``수용``을 강조하다 보니 ``기독교``와 관련된 당대 창작들을 ``기독교문학``으로 폭넓게 포함시키면서 문제점을 표출하였지만, 평론가와 문학 연구자들을 중심으로 보다 전문화된 논의로 발전하였다는 점에서 의의를 찾을 수 있겠다. 1990년대-2000년대에는 기독교문학의 다원화 양상이 강하게 드러났다. 문학연구자들이 적극 참여하면서 심화된 논의를 보여주고 있으나, ``기독교문학``의 스펙트럼을 과도하게 넓히면서 ``기독교문학``의 정체성에 위협을 주고 있다는 한계를 드러내기도 하였다. 이러한 논의를 통해 기독교문학의 유의미한 개념과 범주를 다시 정리해 보면, 기독교문학이란 ``기독교 세계관``에 바탕을 둔 ``문학``으로, ``기독교 세계관``과 ``문학``의 두 측면 모두 갖추어야 한다. 특히 ``기독교 세계관``이라는 핵심 정체성을 지키기 위해서는, ``기독교문학``과 기독교와 ``관련``된 문학을 구분하여 연구 과제를 세분화하고 심화시켜 나갈 때 더 의미 있는 성과를 이룰 수 있을 것이다.

        • KCI등재

          한국 기독교 문학의 가능성

          김세령(Se Ryoung Kim) 한국현대소설학회 2014 현대소설연구 Vol.0 No.56

          이승우는 기독교 문학에 대한 의미 있는 개념과 역할을 설정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이를 창작을 통해 성공적으로 입증해 내고 있다는 점에서 한국 기독교 문학사에서 드문 존재이다. 따라서 본 연구는 기독교 문학에 대한 모색과정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는 이승우의 <에리직톤의 초상> 개작과정에 주목함으로써, 그의 작품이 갖는 기독교 문학으로서의 의의와 한계를 재조명하는 한편, 불모지로 여겨졌던 한국 기독교 문학의 의미 있는 가능성을 제시해 보고자 하였다. <에리직톤의 초상>의 개작과정을 구체적으로 분석해 본 결과, 네 가지 판본 모두 기독교 세계관을 기반으로 하고 있다는 점에서는 공통되었다. 그러나 그 구체적인 기독교 세계관의 방향이나 현실 감각, 문학으로의 형상화 정도는 차이를 드러내고 있었다. 특히 이러한 개작과정은 한국 기독교 문학의 한계를 극복해 나가는 과정과 일치한다는 점에서 주목된다. <에리직톤의 초상>, <에리직톤의 초상2>는 ``한국의 현실``, ``기독교``, ``문학``이라는 구성요소 중 어느 한 요소가 과잉되거나 결여된 양상을 보였지만, 개작을 통해 점차 이러한 문제점을 극복해 나가고 있다. 보수 기독교 신학에 기반을 두었던 데뷔작에서, 진보 기독교 신학과 현실에 초점을 두었던 <에리직톤의 초상2>를 거쳐, 기독교 세계관의 양극단과 현실이 균형 잡힌 시각으로, 또한 문학적으로도 완성도 있게 형상화된 장편소설 ≪에리직톤의 초상≫으로 완결되고 있다. 한편 ≪에리직톤의 초상≫은 기독교 세계관과 현실인식을 문학적으로 형상화할 때 일부 한계를 드러내기도 했다. 그러나 다층적인 시선 속에서 긴장의 미학을 유지하며 하나님의 초월성과 내재성이라는 이중적 진리 어느 쪽에도 치우치지 않고 두 가지 모두를 인정하는 창조적 긴장과 균형을 보여주며 기독교 문학으로서 중요한 성과를 보여주고 있다. 특히 1부와 2부가 함께 묶이면서 단순히 대립되는 것이 아니라 서로 긴밀히 연결되면서 보다 균형 잡힌 세계인식을 보여주는 한편, 개작의 과정을 통해 다층적인 시선 속에서 긴장의 미학을 더 효과적으로 드러낼 수 있는 방향으로 부분 또는 전면적인 고쳐 쓰기가 이루어졌다는 점이 주목된다. Seungwoo Lee is a rare novelist of Korean Christian literature. Because he established the meaningful concept and category of the Christianity literature and proved it to be the works of the religion and the art. So this study investigated the adaption process of the Portrait of Erisichthon which was searching for a solution to combine both aspects in Christian literature and proposed the significant possibility of existing Korean Christian Literature. The adaption process of "the Portrait of Erisichthon" showed the author`s orientation for the balance of Christianity, literature and reality. His work changed from his debut medium-length story novel "the Portrait of Erisichthon" which was based on conservative Christian theology to a medium-length story "the Portrait of Erisichthon2" which focused on progressive Christian theology and reality. Finally it was completed into a full-length novel the Portrait of Erisichthon which balanced both extremes of Christianity world view and reality, as well as it was elaborated as an art of high standard by critics. Meanwhile the Portrait of Erisichthon maintained aesthetics of tension in multi-layered view story and showed the balance on transcendence and immanence of the God which conservative theologians and progressive theologians have argued about, but each concentrated on their side. Especially, the novel tied together part 1 and part 2 the former opposing parts into closely linked and effectively revealing the aesthetics of tension in multi-layered view story through the partly and overall adaption process.

        • 대학생 아르바이트생의 노동인권에 관한 실증분석

          김세령(Se ryoung Kim),이승우(Seung woo Lee),이병곤(Byung gon Lee) 전북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학술지 편집위원회 2013 JEONBUK LAW JOURNAL Vol.4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논문은 대학생 아르바이트생의 노동인권이 너무도 열악한 환경에 놓여있음을 분석하였다. 특히 대학생 아르바이트생들이 자신의 인권을 보호해줄 근거가 되는 근로기준법을 제대로 알고 있지 못하고 있다는 점을 설문조사를 통해 확인하였으며, 이를 해결하기 위하여 대학생 아르바이트생 인권의 보호를 위한 방안을 제시한다. This article analyses labor human rights of university students who work part-time in a poor environment. Through the survey, especially, I find most of students have little knowledge of the labor standards law to protect their human rights. That is why I suggest a method to protect human rights of university students who work part-time.

        • KCI등재

          탈북자 소재 한국 소설 연구

          김세령(Se Ryoung Kim) 한국현대소설학회 2013 현대소설연구 Vol.0 No.53

          이 논문은 탈북자를 주요 인물로 다루고 있는 한국 소설을 대상으로, 탈북자 소재 한국 소설이 갖는 의의와 한계를 총체적으로 규명해 보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작품들이 ‘탈북’을 통해 드러내고자 하는 지향점과 ‘탈북자’의 재현 양상에 주목하였다. 먼저 ‘민족’과 ‘탈민족’의 차원에서 ‘탈북자’를 바라본 소설들은 지속되는 분단과 경계인으로서의 위상, 전지구적인 디아스포라와 코즈모폴리턴으로서의 역할을 포착하고 있다. 지속되는 분단과 경계인으로서의 위상을 살펴본 작품들은 분단의 비극을 잘 드러낼 수 있는 전형적인 인물이나 사건을 통해 감상적인 해결이나 당위적인 주장에 머물기도 하지만, 분단이라는 중요한 현실을 인식하면서 남북한의 만남이 갖는 현실적인 어려움을 보여주거나 남북한 체제 모두를 비판적으로 바라보고 있다. 한편 전지구적인 디아스포라와 코즈모폴리턴으로서의 역할을 포착하고 있는 작품들은 탈북자가 발 딛고 있는 첨예한 현실의 특수성이 탈각되고 탈북자가 추상적 존재로 재현된다는 한계를 드러내기도 했지만, 탈북자 문제가 우리 민족에 국한된 것이 아니라 전지구적인 디아스포라라는 세계사적 흐름과 연계되고 있음을 인식하면서 새로운 연대의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다. 다음으로 ‘개인’의 차원에서 ‘탈북자’를 바라본 소설들은 뿌리 내릴 수 없는 현실과 타자로서의 위상, 공감되는 고통스러운 삶과 소수자로서의 역할을 포착하고 있다. 뿌리 내릴 수 없는 현실과 타자로서의 위상을 살펴본 작품들은 비참한 탈북자의 현실을 극대화하면서 탈북자를 수동적 대상으로 그리거나 어느 한 측면만을 과도하게 부각하는 한계를 드러내기도 했지만, 복합적인 탈북자들의 양상과 탈북자가 타자로 인식되는 고단한 현실을 심도 있게 고찰하거나 남파간첩으로 활동하다가 일상에 함몰되어버린 새로운 탈북자의 양상을 포함하고 있다는 점에서 주목된다. 한편 공감되는 고통스러운 삶과 소수자로서의 역할을 살펴본 작품들은 소통과 연대가 비약적으로 처리되고 있고 탈북자가 고통을 공감하거나 각성할 수 있는 도구로 제한되기도 하지만, 탈북자와 다른 소수자 간의 소통과 연대 가능성을 보여주는 한편 좀 더 주체적인 탈북자의 면모를 드러내고 있다. 이처럼 탈북자 소재 한국 소설은 다양한 성별과 지향을 드러내고 있는 한국 출신 작가뿐만 아니라 탈북자 본인이 창작 주체가 되면서, 기존의 다문화나 디아스포라, 분단에 주목한 소설에서 드러났던 단선적인 인물 재현과 주제의식이 갖는 한계를 극복해 나가고 있다. 그러나 다양한 탈북의 계기와 과정이 존재함에도 일부 특성만을 부각하여 탈북자에 대한 부정적인 고정관념을 강화하고 있고, 탈북자를 여전히 동정과 연민의 대상, 타자화된 대상으로 재현하는 경우가 많다. 또한 일부 소설에서는 ‘탈북’이 정치적인 지향점과 연계되면서 동일한 현상에 대해 극단적인 가치평가가 다르게 내려지고 있어 좀 더 건설적이며 객관적인 평가가 요구된다. The problem of North Korean defectors, including North and South division, reunification, multiculturalism, diaspora, criticism of capitalism and trans-border, are a complex issue. So this study is based on the Korean novels about North Korean defectors. It systematizes major works by concentrating the novelist`s intends and representations of North Korean defectors. The first type novels represent North Korean defectors macroscopically. They show that the tragedy of national division is still being an issue and North Korean defectors exist as border riders, by representing North Korean defectors in the national point of view. Furthermore they reveal that the escape from North Korea is closely related to global diaspora and North Korean defectors are potential cosmopolitans, by representing North Korean defectors in trans-national point of view. On the other hand, the second type novels describe individual North Korean defectors, formalizing North Korean defectors microscopically. They draw attention that North Korean defectors are not fully accepted in the society as the other. Moreover, these type of novels point out to the sympathy of painful life and consciousness of kind between the minority.

        • KCI등재

          미술 계열 실용 글쓰기 교육 방안

          김세령(Kim, Se-ryoung) 한국언어문학회 2011 한국언어문학 Vol.76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This Study is focused on Practical Writing Education for art college learner, introducing art college ‘writing and communication’ lecture that isopened at Seoul national university of science and technology(former Seoul national university of technology) in 2009 second term and 2010 second term. Art college ‘writing and communication’ lecture in Seoul national university of science and technology(former Seoul national university of technology) helped the art college learner’s practical writing through the combined writing education appling art subject. Furthermore, ‘the executive writing education about art work’ for communication practically gave aid to the art college learner in Seoul national university of science and technology(former Seoul national university of technology).

        • KCI등재

          연구논문 : 지유 에탄올 추출물의 식품 위해성 세균에 대한 항균 활성 및 Salmonella serotype Typhimurium TA100에 대한 항돌연변이 활성 효과

          김세령 ( Se Ryoung Kim ),원지혜 ( Ji Hye Won ),김미라 ( Mee Ra Kim ) 한국식품조리과학회(구 한국조리과학회) 2011 한국식품조리과학회지 Vol.27 No.4

          This study was performed to analyze the antibacterial activity against food hazardous microorganisms and antimutagenic effects of Sanguisorba officinalis L. ethanol extracts on Salmonella Typhimurium TA100. The antibacterial activity was evaluated by paper disc diffusion assay, minimum inhibition concentration (MIC), and optical density of the culture with the ethanol extract for 24 hr. Antibacterial activity was tested with seven microorganisms including Escherichia coli, Escherichia coli O157:H7, Pseudomonas aeruginosa, Salmonella Typhimurium, Listeria monocytogenes, Bacillus cereus, and Staphylococcus aureus. The paper disc diffusion assay showed distinct clear inhibition zones around the discs treated with the extract for five microorganisms, except Escherichia coli and Escherichia coli O157:H7. MIC values were 0.625-2.5 mg/mL for these five strains that showed clear zones. The time-kill assay was consistent with the results from the paper disc diffusion assay and MIC test. Additionally, antimutagenicity of the extract was determined using the Ames test. The ethanol extract at 5 mg/plate inhibited 72.42% and 89.85% of mutagenicity induced by 4-nitroquinoline 1-oxide and sodium azide, respectively. These results demonstrate that the ethanol extract from S. officinalis L. has remarkable antibacterial activity and antimutagenicity.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