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내부회계공시전문인력의 보유가 손상차손의 인식유인에 미치는 영향

          김상헌(Kim Sanghun) 한국국제회계학회 2012 국제회계연구 Vol.0 No.41

          An entity shall assess possible recognition of asset impairment losses when there is an indication that expected future economic benefits of an asset is considerably less than its carrying amount. But it is practically difficult to estimate future cash flows from continued use or disposal accurately. Thus, the determination of recoverable amount of asset is likely to be highly dependent on managerial discretion of managers. Also according to prior research, internal specialists of accounting pamountractice and disclosure may generally exert more effort on enhancing the transparency of accounting information and conservative accounting process. If internal specialists of accounting practice and disclosure can perform more conservative and transparency accounting procedures in recognition of asset impairment losses, the recognition and amount of reported asset impairment losses can be affected by internal specialists of accounting practice and disclosure. Based on the above discussions, this paper empirically analyzes the effect of internal specialists of accounting practice and disclosure on recognition for asset impairment losses. Empirical findings are summarized as follows; There is significant positive association between the frequency of reported asset impairment losses and the possession and ratio of internal specialists of accounting practice and disclosure. But there is no significant association between the size of reported asset impairment losses and the existence and ratio of internal specialists of accounting practice and disclosure. These results show that internal specialists of accounting practice and disclosure can have an important effect on the recognition for asset impairment losses. So policy makers and firms need to pay more attention to clarify transparent criterion in recognition of asset impairment losses. Also standard-setters need to intensify policy to enhance overall the possession and ratio of internal specialists of accounting practice and disclosure to improve the usefulness of accounting information.

        • KCI등재

          회사채 신용등급 괴리와 기업의 재무 의사결정

          김상헌(Sanghun Kim),김병모(Byungmo Kim) 한국증권학회 2017 한국증권학회지 Vol.46 No.5

          본 연구는 신용평가사가 부여한 채권의 신용등급과 Baghai et al.(2014) 등의 신용모형을 근거로 예측한 신용수준과의 괴리를 측정하고, 그 괴리가 기업의 재무 의사결정에 미치는 영향을 검증한다. 표본기간인 1998~2015년 동안 신용평가사의 채권등급은 예측된 신용등급을 점점 더 초과하는 추세를 보인다. 등급 인플레이션에 부합하는 결과이다. 그리고 이러한 등급의 괴리 현상은 기업의 의사결정에 광범위하게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검증된다. 채권등급이 예측된 신용수준을 초과할수록 기업의 부채조달액과 부채비율은 증가하고 현금자산의 수준은 낮아지며, 투자지출과 성장률은 상승하는 것으로 확인된다. 그리고, 등급의 초과적 괴리 가능성이 클수록 기업이 채권을 발행할 가능성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난다. 이상의 결과들은 추정표본과 검증표본을 분리하여 검증한 예측표본분석(out-ofsample test)에서도 강건하다. 이처럼 재무결정에 대한 등급 괴리의 영향력이 유의하다는 것은 시장이 등급 괴리의 정보를 채권 가치에 완전히 반영하지 못하고 있으며, 기업이 의사결정 시에 등급 괴리에서 기인하는 부채비용의 하락 효과를 활용하고 있음을 의미하는 것이다. 이는 기업의 등급 협상력에 따라 시장의 자본배분 기능이 왜곡될 가능성이 있음을 시사한다. The paper computes the difference between agency ratings on corporate bonds and the expected ratings based on the credit model, and examines its effects on corporate financial decisions including debt financing, stockpiling of cash assets, investment expenditures, and bond issuing decisions. Using the firms listed on the KOSPI (Korea Composite Stock Price Index) market, we find that agency rating continues to exceed the expected credit levels during the sample period (1998~2015) and the difference affects corporate financial decisions. Firms that have agency rating better than the expected credit levels are likely to use more debts and have higher debt ratios. Their cash levels, investment expenditures, sales growth and the likelihood of issuing bonds are also high. The results show that the market fails to incorporate the rating difference in bond valuation and firms exploit it in their financial decisions. It raises concern that a firm’s bargaining power for debt rating might distort the asset allocation in corporate debt markets.

        • KCI등재

          노동조합, 종업원특성과 퇴직연금선택 및 퇴직급여부채 인식유인

          김상헌(Kim Sanghun) 한국산업경영학회 2016 經營硏究 Vol.31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퇴직연금제도의 도입과 운용은 사용자와 종업원의 다양한 합의과정에 의해 중요한 영향을 받게 된다. 어떠한 퇴직연금제도를 선택하고 운용하는지에 따라 기업과 종업원이 부담하는 책임에 차이가 존재하고 재무제표에 계상되는 퇴직급여부채 등 경영성과에도 직접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이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선행연구에서 주로 초점을 맞춘 사용자 속성을 통제한 후, 노동조합 과 종업원의 다양한 특성이 퇴직연금제도의 선택유인과 퇴직급여부채의 인식크기 등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를 실증분석 하였다. 구체적으로 K-IFRS 제1019호 ‘종업원급여’가 의무적으로 적용되는 시점부터 2013년까지 12월 결산 상장기업 중 제조업을 대상으로 수집 가능한 노동조합과 종업원 관련 다양한 측정치를 사용하였다. 또한 퇴직연금제도의 도입과 운용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사용자의 속성을 통제하기 위해 사외이사비율과 사외이사평균보수수준 그리고 최대주주지분율을 변수에 포함하여 실증분석을 수행하였다. 분석결과는 다음과 같다. 먼저 상대적으로 유의성이 낮은 수준이지만 노동조합가입여부와 정규 직원의 비율은 퇴직연금제도의 선택유인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으로 노동 조합에 가입한 기업만을 대상으로 분석한 결과에서는 상대적으로 노동조합과 관련된 조합원비율이 높은 기업에서 유의한 차이가 관찰되었으나, 노동조합의 설립기간과 상급노동단체의 가입여부 등 세부적인 노동조합의 특성들은 퇴직연금제도의 선택유인에 유의한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본 연구의 주요한 분석인 노동조합 및 종업원특성과 퇴직급여부채 인식수준과의 관 계를 살펴본 결과에서는 노동조합가입여부와 정규직비율 그리고 종업원재직기간이 재무제표에 보고되는 퇴직급여부채의 인식수준에 유의한 영향을 미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According to recent research, the selection of retirement pension plan type can affect the responsibility of employer/employee and complexity of retirement benefit accounting. The year of 2011 is the most important year in connection with the pension accounting due to the implementation of K-IFRS No.1019. So this study analyzes the effects of characteristics of labor union and employee of the Korean firms on the selection on Defined Benefit(DB) and Defined Contribution(DC) after controlling the outside director and corporate governance. Also the actuarial assumptions such as mortality rate, retirement rate and the financial assumptions such as expected return can have a significant impact on the defined benefit liabilities. So this study empirically investigate whether characteristics of labor union and employee affect the size of defined benefit liability after controlling characteristics of outside director and corporate governance. The sample of this study consists of manufacturing industry firms(1,133 firm-years), which are selected from Korea Exchange firms with a December fiscal year-end over the period of 2011~2013. The results of the empirical analysis can be summarized as follows: (ⅰ) that the union membership status and regular employees ratio have low significant influence on the selection of retirement pension plan type. and (ⅱ) that the percentage of union members has significant influence on the selection of retirement pension plan type. But the age of labor union and upper union membership status statistically show no effects on the selection of retirement pension plan type. (ⅲ) that the union membership status, regular employees ratio and the tenure of regular employees have significant influence on the increase of defined benefit liability. This suggests that characteristics of labor union and employee can have an important effect on the retirement pension plan type and defined benefit liability.

        • KCI등재

          띤 우예비치 Tin Ujević 의 시문학과 동양문화의 영향

          김상헌(Kim, Sanghun) 한국외국어대학교 외국문학연구소 2015 외국문학연구 Vol.- No.60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20세기 전반기에 주로 활동했던 크로아티아의 작가 띤 우예비치 Tin Ujević의 작품 전체를 내면적으로 살펴보면 ‘동양(東洋)’과 관련한 여러 테마들을 발견하게 되는데, 특히 인도의 문화와 철학 그리고 종교와 관련된 테마들이 주를 이루며 중국, 일본의 문화와 전통을 다루고 있는 작품들이 그 뒤를 잇는다. 주로 길지 않은 에세이의 형식 글들을 통해 ‘동양문화’와 ‘동양종교’에 대한 다양한 정보들을 크로아티아 독자와 문학계에 제공했던 우예비치는, 에세이 작품 이외에도 자신의 여러 시작품들을 통해 명시적으로 ‘동양(東洋)’에 대해 관심을 드러낸다. 즉, 그의 시작품들 속에서 분명한 ‘동양적’ 모티프를 구분해낼 수 있으며, ‘동양문화’를 향한 시인의 자세와 관점 그리고 동양문화의 가르침으로부터 받은 영향을 확인할 수 있다. 서유럽 모더니즘문학기의 작가들, 특히 프랑스의 보들레르 C. P. Baudelaire와 랭보 A. Rimbaud를 비롯하여 크로아티아 모더니즘문학의 대표적 작가라고 할 수 있는 안툰 구스타브 마토슈 A. G. Matoš의 절대적인 영향을 받았던 전반기 문학을 서구문화 영향의 결과물이라고 한다면, 우예비치의 후반기문학은 기독교적 서구문화로부터 브라만교나 불교와 같은 동양문화 영향의 결과물이라 할 수 있다. 본고에서는 크로아티아 모더니즘문학기와 양차 세계대전 사이의 문학기를 이끌었던 가장 주목받는 시인들 가운데 한 사람으로서 띤 우예비치가 동양적 테마를 다루고 있는 방식을 살펴보고, 그가 그처럼 동양문화에 대한 관심을 갖게 된 원인이 무엇이었는지, 그리고 그의 문학작품 전반에 동양철학과 종교가 얼마만큼의 영향을 미쳤는가 하는 점에 대해 고찰하고자 한다. Tin Ujević is generally considered as one of the most important Croatian poets and a classic of Croatian literary modernism. His work was the subject of a considerable number of analyses and research papers. It is nevertheless possible to distinguish one segment of his work where he differently addressed subjects related to the East and Asia in particular – primarily Indian culture, philosophy and religion. Thus in his essays Ujević gave informative, often compilatory but critical overviews of Indian subjects he had approached from the standpoint of a highly educated European artist, discovering in them "what in Indian history, philosophy and poetry has been alive and life-giving, what grants them lasting attributes of humanity and poetry". In addition to his essays which explicitly addressed matters of the East, it is possible to identify in his poems certain motifs, poetic stances and images inspired by Eastern teachings. In this paper we shall attempt to outline the way in which Ujević approached Indian subjects, point to the origins of his interest, and suggest to what extent and how Indian philosophies and traditional cultures, primarily Brahmanism and Buddhism, influenced his poetic work. As we noted above, Ujević’s works are closely interrelated with Asian cultures, not only Indian cultures but Chinese and Japanese cultures also. Beginning with this paper, we will expand the breadth of research about Ujević’s literary works. 20세기 전반기에 주로 활동했던 크로아티아의 작가 띤 우예비치 Tin Ujević의 작품 전체를 내면적으로 살펴보면 ‘동양(東洋)’과 관련한 여러 테마들을 발견하게 되는데, 특히 인도의 문화와 철학 그리고 종교와 관련된 테마들이 주를 이루며 중국, 일본의 문화와 전통을 다루고 있는 작품들이 그 뒤를 잇는다. 주로 길지 않은 에세이의 형식 글들을 통해 ‘동양문화’와 ‘동양종교’에 대한 다양한 정보들을 크로아티아 독자와 문학계에 제공했던 우예비치는, 에세이 작품 이외에도 자신의 여러 시작품들을 통해 명시적으로 ‘동양(東洋)’에 대해 관심을 드러낸다. 즉, 그의 시작품들 속에서 분명한 ‘동양적’ 모티프를 구분해낼 수 있으며, ‘동양문화’를 향한 시인의 자세와 관점 그리고 동양문화의 가르침으로부터 받은 영향을 확인할 수 있다. 서유럽 모더니즘문학기의 작가들, 특히 프랑스의 보들레르 C. P. Baudelaire와 랭보 A. Rimbaud를 비롯하여 크로아티아 모더니즘문학의 대표적 작가라고 할 수 있는 안툰 구스타브 마토슈 A. G. Matoš의 절대적인 영향을 받았던 전반기 문학을 서구문화 영향의 결과물이라고 한다면, 우예비치의 후반기문학은 기독교적 서구문화로부터 브라만교나 불교와 같은 동양문화 영향의 결과물이라 할 수 있다. 본고에서는 크로아티아 모더니즘문학기와 양차 세계대전 사이의 문학기를 이끌었던 가장 주목받는 시인들 가운데 한 사람으로서 띤 우예비치가 동양적 테마를 다루고 있는 방식을 살펴보고, 그가 그처럼 동양문화에 대한 관심을 갖게 된 원인이 무엇이었는지, 그리고 그의 문학작품 전반에 동양철학과 종교가 얼마만큼의 영향을 미쳤는가 하는 점에 대해 고찰하고자 한다. Tin Ujević is generally considered as one of the most important Croatian poets and a classic of Croatian literary modernism. His work was the subject of a considerable number of analyses and research papers. It is nevertheless possible to distinguish one segment of his work where he differently addressed subjects related to the East and Asia in particular – primarily Indian culture, philosophy and religion. Thus in his essays Ujević gave informative, often compilatory but critical overviews of Indian subjects he had approached from the standpoint of a highly educated European artist, discovering in them "what in Indian history, philosophy and poetry has been alive and life-giving, what grants them lasting attributes of humanity and poetry". In addition to his essays which explicitly addressed matters of the East, it is possible to identify in his poems certain motifs, poetic stances and images inspired by Eastern teachings. In this paper we shall attempt to outline the way in which Ujević approached Indian subjects, point to the origins of his interest, and suggest to what extent and how Indian philosophies and traditional cultures, primarily Brahmanism and Buddhism, influenced his poetic work. As we noted above, Ujević’s works are closely interrelated with Asian cultures, not only Indian cultures but Chinese and Japanese cultures also. Beginning with this paper, we will expand the breadth of research about Ujević’s literary works.

        • KCI등재

          감사투입시간이 감액손실에 미치는 영향

          김상헌(Sanghun Kim),조현우(Hyunwoo Cho) 한국산업경영학회 2006 經營硏究 Vol.21 No.3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감사에 투입되는 시간이 많을수록 감액관련 계정과목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수준이 높아질 수 있으며, 구체적인 감사증거 수집을 위해 보다 충분한 입증감사 절차가 진행될 수 있다. 이는 감액대상자산으로부터 기대되는 미래 현금흐름의 감소를 정확히 반영하게 함으로써 신뢰성 있는 감액손실의 보고가능성을 높이게 된다. 이에 따라 본 연구에서는 감사투입시간으로 측정되는 외부감사인의 감사투입노력이 감액손실의 크기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살펴보았다.<BR>  구체적으로 감액관련 계정과목에 대한 외부감사인의 투입시간이 많을수록 경영자의 이익조정 유인에 대한 효과적인 통제와 충분한 입증감사절차의 수행으로 인해 보수주의에 따른 미래 현금흐름의 감소를 정확히 반영할 수 있으므로 인식되는 감액손실의 크기는 높을 것으로 예측된다. 특히 이러한 현상은 감사인과 피감사기업의 체계적인 특성, 즉 경영자의 재량권을 효율적으로 통제할 수 있는 높은 수준의 감사품질이 유지된 상황이나 실제로 경영자의 이익조정 행위가 없다고 판단되거나 이익조정 유인이 낮은 상황 등에 따라 차별적으로 나타날 것으로 예측된다.<BR>  본 연구는 2000년부터 2003년까지 거래소에 상장된 금융업에 속하지 않은 12월 결산법인 중 감액손실과 감사투입시간 자료를 공시한 189개(기업-년) 표본을 분석대상으로 하였다. 분석결과에 따르면 감사에 투입되는 시간이 많을수록 계상되는 감액손실의 크기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이러한 결과는 상대적으로 감사품질이 높을 것으로 기대되는 감사인의 규모가 큰 집단 그리고 경영자의 이익조정 행위가 없거나 이익조정 유인이 낮다고 판단되는 집단 및 반복적으로 감액손실이 인식되는 집단에서 유의하게 관찰되었다. 이는 외부감사인의 감사증거 수집노력이 클수록 감액손실의 크기를 재량적 수단으로 이용하려는 경영자의 이익조정 유인이 효과적으로 통제될 수 있으며, 외부정보 이용자들에 의해 신뢰성 있는 회계정보의 특성으로 쉽게 수용될 수 있는 보수주의에 따라 감액손실의 크기가 높게 나타나는 것으로 해석된다. 구체적으로 상대적으로 규모가 큰 감사인의 경우에는 자신의 명성에 맞는 감사품질의 제공ㆍ유지유인과 감사실패에 따른 소송위험의 회피유인으로 인해 감액손실의 인식에 있어 보다 보수적인 성향을 보이는 것으로 판단된다. 그리고 감사품질이 동일한 상황에서는 경영자의 이익조정 유인이 높을수록 감사투입시간의 크기가 보수적 회계처리와 관련 있는 감액손실 크기에 영향을 미치지 못하는 것으로 해석할 수 있다.<BR>  본 연구는 감사투입시간이라는 외부감사인의 질적 속성이 보수적 접근법이 개입될 수 있는 감액손실과 같은 특정 개별항목에 유의한 영향을 미칠 수 있음을 실증적으로 보여주고 있다. 따라서 감액회계처럼 회계처리 과정에서 경영자의 재량적 판단이 개입될 여지가 많은 개별항목에 대한 회계정보의 유용성을 높이기 위해서는 계정과목 자체에 대한 제도적 보완과 더불어 보다 충분한 감사절차가 진행될 수 있는 감사품질의 개선노력이 필요함을 시사해 준다.   This paper first analyzes the effect of audit services time on the size of asset impairment. Additionally, we investigates whether this result is differentially evaluated depending on auditor characteristic and incentives of earnings management.<BR>  According to GAAP, firm shall assess possible recognition of asset impairment when there is an indication that expected future economic benefits of an asset is considerably less than its carrying amount, as a result of technological obsolescence or rapid declines in market value. But it is practically difficult to estimate expected future economic benefits of an asset accurately. Thus, the determination of asset impairment is likely to be highly dependent on managerial discretion of managers.<BR>  Under this circumstances, the audit services time provided by the external auditors can have an important effect on monitoring and controling the managerial actions of managers. Specifically high-audit services time are likely to make auditors more conservative in evaluating the recognition of asset impairment. Because auditors with high-audit services time can effectively perform extensive substantive audit procedures and monitor and control the managerial actions of managers.<BR>  The sample consists of non-banking firms(189 firm-years) with December fiscal year listed in Korean Stock Exchange over 2000-2003. Empirical findings are summarized as follows: we find that there is significant positive association between the size of asset impairment and an amount of audit services time. We also find when firms audited by BIG5 spend more audit services time in performing extensive audit procedures, the size of asset impairment is increase. But we can not find the significant association between the size of asset impairment and an amount of audit services time in case of firms with more incentives of earnings management. Lastly, as firms report sequences of more write-offs(Specifically more than 1 write-off), there is significant positive association between the size of asset impairment and an amount of audit services time.<BR>  These results show that the audit services time can have an important effect on the size of asset impairment. So policy makers need to pay more attention to clarify transparent criterion in recognition of asset impairment. Also external auditors and standard-setters need to enhance overall audit quality to improve the usefulness of impairment accounting information.

        • KCI등재

          이익의 질 개념에 관한 연구 -국제회계기준 도입이후 전문가 그룹 설문조사를 바탕으로-

          김상헌(Kim, Sanghun),변정희(Byun, Jounghee),송혜진(Song, hyeJin),문상혁(Moon, Sanghyuk) 한국산업경영학회 2019 經營硏究 Vol.34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전문가 집단을 대상으로 국제회계기준 도입이후 이익의 질에 대한 개념 및 의사결정에서의 유용성 등을 설문조사의 방법으로 분석하였다. 구체적으로 전문가 집단을 대상으로 이익의 질의 개념에 대하여 어느 정도 친숙한지, 이익의 질에 대한 개념은 실무에서 의사결정을 할 때 유용한지 그리고 이익의 질에 대한 5가지 개념 중에서 가장 중요하다고 인식되는 개념은 무엇인지를 응답하도록 하였다. 그리고 이익의 질에 대한 성과 및 재무구조에 영향을 줄 것으로 예측되는 21개의 구체적인 사례들을 제시하고 해당 사례들이 이익의 질과 관련이 있는지, 만일 관련이 있다면 어떠한 영향을 주는지를 판단하고 응답하도록 하였다. 분석결과는 이익의 질에 대한 개념에 대해 일반인들보다 높은 수준의 이해와 관심이 필요할것으로 기대되는 전문가들의 경우에도 여전히 이익의 질의 개념에 대한 인식수준과 실무에서의사결정에 유용하게 활용하는 수준에서 부족한 상황임을 보여주고 있다. 따라서 국제회계기준이 도입이후에도 회계정보의 유용성과 투명성을 향상시키기 위해서는 다양한 정보이용자들이 이익의 질과 같은 회계정보에 대해 지속적인 관심과 체계적인 교육이 필요함을 시사해 주고 있다. This study analyzed the concept of earnings quality and the usefulness of decision making in financial analysts, credit analysts and CPAs. And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change of the concept and usefulness of earnings quality by conducting the same survey of previous studies after the introduction of K-IFRS. The questionnaire consists of four questions in two parts. First, the expert group responded to (1) familiarity with the concept of profit quality, (2) usefulness to he concept of profit quality, and (3) priority of importance to the concept of quality of profit. Second, the expert group responded to (4) 21 specific cases that are expected to affect performance and financial structure on earnings quality. This surveys show that experts still have low perceptions of the concept of earnings quality and low level of usefulness for decision making. Therefore, in order to improve the usefulness and transparency of accounting information after the introduction of K-IFRS, users of accounting information need constant attention and systematic education on the earnings quality.

        • KCI등재

          KOSPI200지수 변경과 이익조정

          김상헌(Sanghun Kim) 한국경영사학회 2010 經營史學 Vol.55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The enlisted firm of the KOSPI200 index is expected to effect a public confidence, increase in foreigner’s share, high volume of stock exchange and the value of stocks. In the empirical analysis, stock price was determined mainly based on accounting performance measures such as earnings. This stock price determination mechanism provided firms with incentives to manage earnings opportunistically in the KOSPI200 index revision. In other words, newly enlisted firm and exclusion firm may be likely to have a incentive to manage earnings before inclusion in the KOSPI200 index revision and after exclusion from the KOSPI200 index revision. This study empirically examines different pattern of earnings management following inclusion in or exclusion from the KOSPI200 index revision. Empirical findings are summarized as follows: First, enlisted firms of the KOSPI200 index show the lower discretionary accrual amounts than other firms. Second, newly enlisted firms of the KOSPI200 index revision show the positive discretionary accrual (and positive current discretionary accruals amounts) before newly enlisted years and the negative discretionary accrual amounts in newly enlisted years. Third, newly exclusion firms from the KOSPI200 index revision show no different pattern of earnings management. 전체 상장종목 중 시가총액, 업종대표성 및 유동성 등을 기준으로 선정되는 KOSPI200지수에 편입되면 공신력 및 인지도 향상, 외국인의 지분확대와 주식의 거래량 증가 그리고 상대적으로 높은 주가상승률 등 기업입장에서 여러 가지 다양한 긍정적인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따라서 KOSPI200지수에 신규로 편입되는 기업과 퇴출되는 기업은 진입 직전연도 또는 퇴출 이후연도에 시가총액이나 유동성 등을 가능한 높이기 위해 주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는 회계이익을 증가시키려는 유인이 존재할 수 있다. 즉, KOSPI200지수에 신규로 편입되는 기업과 퇴출되는 기업은 기타기업에 비해 편입이전 또는 퇴출이후 기간에 상대적으로 이익조정유인이 증가할 것으로 예측된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KOSPI200지수 진입기업과 퇴출기업을 대상으로 교체 전후 기간에 차별적인 이익조정 행태가 존재하는지를 실증적으로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먼저 전체 상장종목 중 시가총액 및 업종대표성, 유동성 등을 기준으로 선정된 우량한 KOSPI200지수에 포함된 기업들의 경우가 포함되지 않은 기업에 비해 상대적으로 이익조정 행위가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KOSPI200지수 진입기업의 경우에는 편입연도에 비해 편입직전연도에 양의 이익조정 유인이 상대적으로 높은 것으로 나타나 KOSPI200지수 편입 전후기간에 차별적인 이익조정 행태가 발견되었다. 반면 KOSPI200지수 퇴출기업의 경우에는 진입기업과는 달리 퇴출 전후기간에 차별적인 이익조정 행태의 유의한 차이가 발견되지 않았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