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김장생의 예학정신과 한국가정의 문화전통

          김문준 ( Kim Moon Joon ) 한국사상문화학회 2017 韓國思想과 文化 Vol.90 No.-

          17세기 한국의 예학 성과는 영호남 학자들이 지속적으로 예에 관한 의견을 교환하며 형성하였던 돈독한 학술 교류가 바탕이 되었다. 그 중심 인물이 김장생(金長生, 1548~1631)이다. 한국의 대표적인 예학자 김장생은 예제를 고증하고 정리하여 한국 예학의 학문적 수준을 크게 높였다. 김장생 예학의 특징은 첫째, 열린 예학이라고 할 수 있다. 그는 자신의 사우ㆍ문인들과 함께 예설을 논하였고, 이황(李滉, 1501~1570)ㆍ이황의 문인인 정구(鄭逑, 1543~1620)ㆍ장현광(張顯光, 1554∼1637), 유성룡(柳成龍, 1542∼1607)의 문인인 정경세(鄭經世, 1563∼1633) 등 영남 지역 예학자의 예설을 참작하고, 정구ㆍ장현광ㆍ정경세 그리고 그들의 문인과도 예문답을 적극적으로 주고받았다. 둘째, 김장생은 인정(人情)과 합리성에 의거하여 예 형식이나 선배 학자들의 학설에 구애되지 않고 후한 인정으로 예를 행해야 한다고 보았다. 이처럼 예를 행함에 인정을 중시하면서도 가정의 경제 형편에 따라 합리적으로 예행을 절제하도록 하여 인정이 과불급하게 됨을 경계했다. 한편 김장생은 예학자로서 부친 김계휘(金繼輝, 1526∼1582)와 자식 김집(金集, 1574∼1656)과의 모범적인 인격적 관계를 보여주었다. 조선 선비의 삶과 가정생활에 모범적인 가정상의 핵심은 부자자효(父慈子孝)의 모습인데, 김장생-김집 부자가 보여준 지고의 정성과 인격 관계는 ‘부자자효'의 일반인의 위계적 관계를 넘어 동반적인 ‘상장지익'(相長之益)의 관계로 표현되었다. 김장생-김집 부자는 평생 진실한 학문 태도와 수신하는 인생을 보여주었으며, 이러한 부자동행(父子同行)의 관계는 문인들에게 부자가 서로 도우며 성장하는 ‘지기(知己)' 관계로 인식되었다. 이러한 김장생의 부자상은 한국의 대표적인 부자상이 될 만하다. 이처럼 김장생의 예학은 인간의 어진 인정과 인격을 공유하는 상호 관계를 유지하고자 한 것이었고, 그러한 인간관계를 유지하는 가정의례를 만들어가는 과정이었다. The results of ritual studies in the 17th century Joseon are based on the friendly academic exchange between the scholars in Yeongnam and Hoseo, who continuously exchanged ideas on rituals. At the center of the exchange was Kim Jangsaeng(1548-1631). He is known as the foremost figure in the study of rituals for his studies and historical research on rituals, which expanded the horizon of the study of Korean rituals. There were a few aspects of his study that set him apart from the others. The first was his openness to the ideas of others. He discussed rituals with his teachers. colleagues, and pupils, and drew ideas from the studies of other scholars in Yeongnam in this subject such as those of Yi Hwang(1501-1570) and his pupils Jeong Gu(1543-1620) and Jang Hyeongwang (1554-1637) as well as Ryu Seongryong(1542-1607) and his pupil Jeong Kyungse(1563-1633). He also frequently exchanged letters with Jeong Gu, Jang Hyeongwang, and Jeong Kyungse whenever he came up with new questions and answers regarding rituals. The second thing that set him apart from the others was his assertion that rituals must be practiced based on compassion and rationality rather than formalities or theories of his seniors. However, he also stressed that there must not be excess or deficiency of compassion in practicing rituals, as they should be carried out in a rational manner in accordance with the financial condition of the family. As a scholar of ritual, he set a great example in building a respectful relationship with his father Kim Gyehwi(1526-1582) and his son Kim Jib(1574-1656). A model family for any Joseon seonbi is one that has a benevolent father and filial son. The father and son relationship between Kim Jangsaeng and Kim Jib was something beyond that, as they their character and devotion to each other were such that they took theirs to a new level that can be defined as a human relationship of reciprocity, which is quite extraordinary especially when considering the fact that hierarchical relationship between father and son was the social norm at the time. Throughout their lives, Kim Jangsaeng his son Kim Jib kept an attitude of devotion to their studies and family, and their pursuit of mutual understanding and goal-setting was viewed as a relationship between two confidants rather than a father and son in the eyes of their peers. Kim Jangsaeng and Kim Jib can be said to have set a role model for all the fathers and sons in Korea as a benevolent father and filial son.

        • KCI등재

          돈암서원의 강학 활동

          김문준 ( Kim Moon Joon ) 한국철학사연구회 2018 한국 철학논집 Vol.0 No.58

          한국 서원의 교육 내용과 방식은 주자가 제시한 교육 내용 및 방식과 대부분 유사하지만, 학파에 따라 다소 다른 방식으로 운영되었다. 돈암서원의 초기 원장으로 재임한 이들은 모두 김장생의 문인이었던 김집·송준길·송시열 등이다. 돈암서원은 같은 노론계 서원이었던 화양서원·석실서원이 기호 지역의 중심 서원으로 성장하면서 서원의 위상과 강학 활동도 약화되었을 것이라고 추정된다. 돈암서원 설립 초기의 학규는 전하지 않는다. 돈암서원의 운영 방식은 돈암서원 운영 전반에 관하여 17세기 후반 원장으로 재임하던 송준길에게 문의한 윤증의 서신을 통해 짐작할 수 있다. 이 서신을 통해 볼 때, 돈암서원의 학규는 이이의 <은병정사학규>와 유사하였다고 추정된다. 18세기 이후 돈암서원의 역대 원장은 노론의 낙론계 학자들로서 권상하 계열보다 김창협 계열의 원장이 많았다. 돈암서원 원장은 화양서원, 석실서원의 원장이 겸임하거나 전후로 재임했을 가능성이 많다. 돈암서원에서 행한 강학 활동은 서원 설립 초기에는 김장생-송시열의 교학체계에 따라 소학→가례→심경→근사록 등 성리서를 우선하고 다음에 사서·오경을 가르쳤다. 점차 노론계 낙론 서원인 석실서원 출신의 학자들이 원장으로 부임하면서 소학→사서→오경을 먼저 가르치고 다음에 성리서를 가르치는 이이의 교학체계를 시행하였으리라 추정된다. 이러한 강학 순서는 김창협 계열의 학자들이 설립하고 운영했던 석실서원의 강학 내용과 순서이다. 돈암서원의 입학 자격은 신분은 중시하지 않았으며, 학문과 인품을 중시했다. 서원에서 과거 공부는 허용되지 않았다. 원생들은 서원에서 거재(居齋)하면서 강학에 참여하는 것이 원칙이었으나, 점차 서원의 재정이나 운영이 어려워지면서 자기 집에 거가(居家)하면서 삭망에 행하는 강회에 참여하는 형태로 변화되었다. The contents and method of education of all Korean scholars are similar to the contents and method of education provided by Zhu Xi(朱熹), but they operated in a somewhat different way according to schools. Those who served as the first directors of Donam Seowon were Kim Gip(金集, 1574~1656), Song Joon-gil(宋浚吉, 1606~1672) and Song Si-yeol(宋時烈, 1607~1689), who were the writers of Kim Jang-saeng(金長生, 1548∼1631). Donam Seowon is supposed to have weakened the status of scholarship and the activities of lectures as HwaYang Seowon and Seoksil Seowon, which principals were all the Noron(老論) scholars, grew to be the center of education institution of the Noron. Donam Seowon have not preserved the school regulations. But the way of operating system of Donam Seowon can be guessed through the letter of Song Joon-gil, who was the headmaster of the late 17th century on the whole operation of Donam Seowon. From this letter, it is assumed that the school of Donam Seowon is similar to the ‘Unbyoung-Jungsa regulations' written by Lee Yi(李珥). The headmasters of Donam Seowon was the Noron scholars. And scholars of the Kim Chang-hyeop(金昌協, 1651~1708) school became headmasters more than the scholars of Kwon Sang-ha(權尙夏, 1641~1721) school. Headmasters of the Donam Seowon had served as the headmasters of HwaYang Seowon and Seoksil Seowon also. In the early days of the establishment of the Donam Seowon, the lecture activities conducted in Donam Seowon were preceded by the textbooks of Kim Jang-saeng/Song Si-yeol's teaching curriculum and neo-confucian books[i.e Sohak(小學)→Family Ritual(家禮)→Simkyong(心經)→Keunsarok(近思錄). It is assumed that the scholars of Seoksil Seowon, who was a Noron Nak-ron(洛論) scholars, gradually adopted Lee Yi's teaching curriculum[i.e, Sohak(小學)→Sasoe(四書)→Okyoung(五經)]. This lecture contents and procedure was contents and procedure of the Seoksil Seowon, established and operated by the scholars of the Kim Chang-hyeop school. Entrance qualification of Donam Seowon's did not place importance on the social status, but on scholarship and personality. The examination for a high-ranking government official was not allowed. Although the principle, students had to participate in the lecture and study(講學), they were living in Seowon, while the financial and operating of the Seowon became increasingly difficult, the students were changed to participate in the conference(講會) held twice a month while studying at their homes.

        • KCI등재후보

          한국사상(韓國思想)철학(哲學) : 성삼문의 복권과 추숭

          김문준 ( Moon Joon Kim ) 한국사상문화학회 2015 韓國思想과 文化 Vol.80 No.-

          성삼문(成三問, 1418∼1456)은 조선 선비의 상징이다. 성삼문은 박팽년 등 사육신과 함께 1456년(세조 2년) ‘대역죄인'(大逆罪人)으로 처형 당했으며 오랫동안 그들의 행적과 평가는 < 조선왕조실록 >에 언급되지 않았다. 성삼문을 비롯한 사육신은 세조 당대는 물론 그 후로도 200여년간 공식적으로 역적(逆賊)이었다. 그러나 시대가 흐를수록 매시대 마다 한국 선비들은 그들을 칭송하고 현창(顯彰)하는 노력을 지속하였다. 결국 그들은 복권(復權)되고 한국의 절의(節義)를 대표하는 한국 선비의 전형으로서 추숭되었다. 중종반정 후 사림파가 등장하여 사육신의 절의를 공식적으로 재평가했다. 그 후 선비들 뿐만 아니라 조정(朝廷)에서 공식적으로 이들을 대표적인 충신으로 받들었다. 또한 충절과 의리를 한층 강화한 조선 후기에 비로소 그들의 충절이 국가적인 공인을 받게 되었다. 성삼문·박팽년 등 사육신은 희생당한지 2백여년이 지난 뒤인 숙종(肅宗) 때인 1691년(숙종 17)에 비로소 복권(復權)되어 신원(伸?)되었다. 성삼문·박팽년 등은 영조(英祖) 때인 1758년(영조 34)에 이조 판서로 추증되었으며, 정조(正祖) 때인 1791년(정조 15)에는 단종충신어정배식록(端宗忠臣禦定配食錄)에 올랐다. 이러한 복권과 현창 과정은 오랜 시간이 경과하면서 많은 선비들의 지속적인 노력의 결과로 이루어진 일이며, 이러한 과정은 한국의 정신사를 수립하는 과정이기도 했다. Seong, Sam-Moon(成三問, 1418~1456) has been a symbol among the Sunbies* at the age of Joseon Dynasty. In 1456(Sejo, 2nd year), he was executed with the Sayuksin(死六臣)** including Park, Paeng-Nyeon(樸彭年), and their achievements and evaluations were not mentioned for a long time in The Written History of Joseon Dynasty. In the era of King Sejo, the Sayuksin, including Seong, Sam-Moon, was of course officially regicides for nearly 200years. However, Sunbies in the future generation had continued their historical rejuvenation movements for the Sayuksin. The Sarim Party, which appeared after the Jung-jong coup d`etat, appealed to the government for the worship movement for the Sayuksin. Later, not only Sunbies but also Joseon Dynasty Royal Court recognized them as the representing Loyal Subject and officially reinstated them to their original place. Seong, Sam-Moon and Park, Paeng-Nyeon included in the Sayuksin were reinstated to their original place after 200 years from their death in 1691(Sukjong, 17th year). Seong, Sam-Moon was granted honors as the board for personnel management in 1758(Youngjo, 34th year). In 1791(Joungjo, 15th year) he was registered in Danjong-Loyal Subject-Erjeongbaesicrok(端宗忠臣禦定配食錄). These reinstatement and historical rejuvenation movements were the result in much effort of Sunbies as to the pass of long time, and this process was also the step for establishing Korean history of mentality.

        • KCI등재

          대전지역 향교ㆍ서원 배향 명현의 선비정신과 유교문화콘텐츠

          김문준 ( Kim Moon-joon ) 충남대학교 유학연구소 2016 儒學硏究 Vol.37 No.-

          대전 유교문화자원을 콘텐츠화하고 활용하자면 유교 가치의 선양과 활용이라는 두 가치 측면을 고려해야 한다. 향교ㆍ서원을 활용한 유교문화콘텐츠 개발은 대전지역 향교ㆍ서원의 배향인물과 인문학적 가치를 선양하고 활용하는 것이다. 향교를 문화콘텐츠화 한다면 공자와 맹자의 정신과 이상을 현대적으로 공유하는 장을 만들어 가는 일이다. 한국유학, 특히 충청ㆍ대전 지역의 유학자들은 공자의 인본정신과 맹자의 왕도정신을 학문으로 삼고 실현하려고 했다. 따라서 유교문화 콘텐츠 개발은 인간의 존엄성에 바탕을 둔 행복과 평화라는 인류문화의 가치를 실현하고, 현대인의 생활 증진에 기여하는 차원에서 창출해야 한다. 대전지역 서원의 배향인물의 인문학적 가치는 우리나라 도학 발전에 업적이 크거나 애국충절로 이름난 인물들이다. 이들 대전 유학자의 생애와 학문은 한국전통 유학의 특성을 전반적으로 내포하고 있다. 한국유학은 성리학, 예학, 의리학과 체계적인 연관성을 가지고 있다. 17세기 이후 도학의 정통주의 강화, 춘추 대의정신의 강화가 진행되었고 대전유학자들은 이러한 일을 주도했다. 서원ㆍ향교의 문화콘텐츠 개발은 인간의 삶을 향상하는 문화 본연의 가치를 가지고 있어야 하며, 시민의 문화적 요구에 부응하는 차원에서 개발되어야 한다. 따라서 향교ㆍ서원 활용 유교문화콘텐츠 개발은 첫째, 디지털화된 정보를 넘어 아날로그 콘텐츠로의 활용 영역을 확대해야 한다. 둘째, 문화콘텐츠 개발은 산업화와 재화 창출을 넘어 우리들의 전반적인 삶의 질 향상이라는 공공성에 기여해야 한다. 셋째 인력풀을 조직하고 관리하는 노력이 필요하다. 서원ㆍ향교의 문화콘텐츠 개발은 현대적 활용성과 공공성을 우선하며, 유교의 핵심 가치를 현대인의 사고와 생활 방식으로 활용하기 위한 개발이 되어야 한다. 그러한 예로서 마음수양, 인간관계개선, 리더십 등의 측면을 고려하여 콘텐츠를 개발하고 활용해야 한다. There is the necessity to consider two elements; enhancements and utilization of Confucian values to develope content(and availability) of Confucian culture resource in Daejeon. The Content of Confucian Culture developed with using Hangyo and Seowon must be designed for the direction to heighten enhancements and utilization of the humanities value of Hangyo and Seowon in Daejeon. Making the Content of Confucian Culture means to make modern programs(to create a field) to share the spirit and ideals of the Confucian and Mencius. The Confucianists in Korea, especially Chungcheong and Daejeon area, regarded the humanistic spirit of Confucian and spirit of the rule of right of Mencius as a field of study, and they were trying to realize an ideal socity of the above. Therefore, the Confucian cultural content development must be created to realize the value of human happiness and culture of peace based on human dignity, and must be contributed the needs to improve contemporary life. The noted Confucian Scholars holding sacrificial rite in Sewon in Daejeon are the Humanities big value. In other words, They leaved remarkable achievements in the development of the Confucian Philosophy(Dohak), or they were the noble men to patriotic loyalty Confucian`s life and study in Daejeon. Korean confucianism was devoted an overall study about Neo-Confucianism, Ritual(禮)-thought and theory, and Righteousness thought and theory Philosophy. Content development of Confucian Culture with Seowon and Hangyo must have a original value of culture to improve the lives of human beings and should be developed to meet citizens`s cultural needs. In conclusion, for the development of Content of Confucian Culture. Firstly, the use of an analog content should expand over the digital information and content. Secondly, the cultural content must be contributed to the publicity to improve the quality of general life over industrialization and the goods created. Thirdly, there is the emphasized necessity of efforts to organize and manage the manpower pool. The cultural content of Seowon and Hangyo should be developed to take advantage of the core value of Confucianism for making contemporary thinking and way of life better and better. such as mind-cultivating, improvement of human relationship, and leadership etc.

        • KCI등재

          특집 : 조선 중,후기 4대학파의 철학과 현실인식 ; 노론의 연원과 전개, 철학사상과 현실인식

          김문준 ( Moon Joon Kim ) 한국철학사연구회 2011 한국 철학논집 Vol.0 No.32

          老論은 숙종대에 결성된 이후 조선의 정국을 주도한 집권 세력으로서 조선이 멸망할 때까지 지속적으로 조선의 정국을 주도했다. 노론의 학문과 사상의 전개는 크게 네 시기로 나누어 볼 수 있다. 첫째, 17세기 후기에서 18세기 초에 이르는 숙종대의 붕당 정치 시기, 둘째 18세기 중기에서 후기에 이르는 영정조대의 탕평 시기, 셋째 19세기 이후의 세도 정치 시기, 넷째 19세기 후기에서 구한말에 이르는 시기 등이다. 이렇게 구분하여 노론의 연원과 전개 양상을 개략적으로 살펴볼 수 있다. 노론의 전반적인 특징은 노론의 정신적 지주로 송시열을 존숭하였고, 존주자 양이적을 추구하는 조선중화론에 의한 군자당론을 주장하였으며, 一途說과 氣質之性에 관한 학설에 대해 율곡 성리학을 보완적으로 계승하였고, 이단 배척과 정학 수호를 중시하여, 결국 천주교 탄압으로 표출된 양상으로 요약 정리할 수 있다. 노론계의 특징적인 학자로는 학문과 정치 양 측면에서 보았을 때 遂庵 權尙夏(1641~1721), 農巖 金昌協(1651~1708), 陶庵 李縡(1680~1746) 등이 주목되는 인물이다. 17세기 이후의 치열한 권력 쟁탈 가운데에 사상적 맥락이나 학문사상이 정국 변화의 핵심적인 요인이라고 보기는 어렵다. 조광조의 지치주의 이후 조선시대 公論은 누구나 동의하는 보편적인 논의를 지칭하지만 사림이 분열한 이후에는 당파적 이해를 반영하는 黨論과 구분하기 어려워지게 되었다. 이런 가운데 송시열을 추숭한 노론 계열의 학자들은 尊朱子 攘夷狄을 기치로 삼고 왕이나 권세가들의 권력 남용을 제어하고 강력한 정치적 통일을 이루어 道義 사회를 구현하려고 했다. 그러나 점차 17세기에 수립한 당시의 정치적 동기와 목표는 상실하고 결국 탕평에 반대한 노론 벽파가 正祖 사후에 勢道政權을 만들어 내면서 정국을 장악하고 권세를 전횡하는 폐해로 귀결되었다. 노론의 현실 대응 논리와 행적은 政學一致라는 한국 도학정치의 특성이 극단화되어 표출된 모습이라고 평가할 수 있다. Since Noron(老論) had organized in the period of Sookjong(肅宗), it constantly had led the political situation of Choson until Choson(朝鮮) perished as the grasping political power. Studies and thoughts development of Noron can be devided into four periods. First, the term of politics of faction of the period of Sookjong. Second, a period of Youngjo(英祖) and Joungjo(正祖). Third, a period of politics of power(勢道政治). Fourth, the latter term of 19century. We can look into an origin and development aspect in outline by dividing like this. The general character of Noron can be summarized by the respect of Song Si-yeol(宋時烈, 1607-1689), the theory of a party of a man of virtue(君子黨論) based on the theory of moral civilization of Choson(朝鮮中華論), the succession of Lee i(李珥; 1636-1684)`s neo-confucianism, rejecting all teaching that does not conform to neoconfucianism and protecting right studies, and oppression of Roman Catholic. The noticeable scholars of Noron were Kwon sang Ha(權尙夏; 1641~1721), Kim chang hyup(金昌協; 1651~1708), Lee jea(李縡; 1680~1746) etc. These scholars of Noron following Song Si-yeol had tried to raise "Learning of the Way"(正明道) by respecting Zushi and removing injustice(尊朱子攘夷狄), also believed people should embody moral values in their society and country. and possessed an will guiding to stabilize the country by rejecting uncivilization(尊王攘夷). Above all, they insisted, the King of Choson should rule with ``lighting heavenly reason``(明天理). Also they insisted the King and countrymen should together strive to recover civilization of moral humanity and destroy uncivilzation. But gradually they lost the motive and purpose of moral politics in the seventeenth century. Finally Noron Byeokpa(?派) take over the reins of government. It resulted in the bad effect of politics of autocrat(勢道政治) having their own way to use power of authority after death of Jungjo(正祖). The peculiar character of Noron politics can valued as the extreme aspect of ``according of politics and scholarship``(政學一致).

        • SOC 테스팅을 위한 효율적인 부분 분리 링

          김문준(Moon-Joon Kim), 이영균(Young-Gyun Lee), 김석윤(Seok-Yoon Kim), 장훈(Hoon Chang) 한국정보과학회 2001 정보과학회논문지 : 시스템 및 이론 Vol.28 No.9·10

          코어를 기초로 설계된 칩을 테스팅 하기 위해서는 각 코어로의 테스트 데이터 접근을 위해 완전분리 링이 필요하다. 부분 분리 링은 코어를 둘러싸고 있는 분리 링의 크기를 줄이고 분리 링으로써의 역할을 모두 수행한다. 본 논문에서는 기존의 방법들보다 부분 분리 링의 크기를 더욱 작게 하고 해법을 찾는 데 걸리는 시간도 보다 줄일 수 있는 효율적인 방법을 제시한다. 이를 위해 테스트가능도에 기반을 둔 효율적인 순위 결정 기법을 적용하였으며 SOC 테스팅의 특성을 살린 정렬 기법을 적용하였다. 실험 결과에서 기존의 방법들보다 본 논문에 제시된 방법이 실제로 유용하다는 것을 보여준다. Testing a core-based designed chip requires a full isolation ring to provide for core test data access to each core. A partial isolation ring replaces the full isolation ring reducing total isolation ring size surrounding cores. This paper proposes an efficient method to reduce the size of the partial isolation ring and shorten the time to acquire the final solution. For this, a reasonable ordering technique according to testability is introduced and a sorting technique is adopted to reduce the total solution time. Experimental results show that the proposed method can be useful in practice.

        • KCI등재

          송시열의 춘추사상과 정몽주 추숭의 의의

          김문준(Kim Moon Joon) 포은학회 2016 포은학연구 Vol.17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송시열의 포은 추숭은 남다른 것이었다. 송시열 이전에도 이후에도 조선시대는 건국 초기부터 정몽주를 높이 추숭했다. 이에 조선 전기의 조정과선비들이 정몽주를 추숭해 간 과정을 살펴보고, 송시열이 정몽주를 추숭한의의를 대비하여 송시열의 남다른 정몽주 추숭의 의의를 고찰했다. 조선 초기에는 정몽주의 고려 왕실에 대한 충절(忠節)을 강조하여 추숭했지만, 조선 중기 이후에는 조광조를 기점으로 절의(節義)보다는 이학(理學)의 측면을 더욱 강조하였다. 송시열의 정몽주 추숭은 이러한 이학에의 공을 추숭하는 단계를 한 차원 끌어 올렸다. 송시열은 정몽주의 위대함은 개인적인 절의와 충효의 측면을 넘어서 정몽주가 우리나라 습속을 중화의 습속으로 변화시켜 우리나라 문화 수준을 높인 공이 더 크다고 평가했다. 더욱이 송시열은 정몽주가 주자학을 학문의 조종으로 삼아 우리나라 학문이 주자학 중심으로 형성하게 한 점이 정몽주의 독특한 공이라고 보았다. 송시열의 정몽주추숭은 충효의 절의(節義) 측면을 넘어서 정몽주가 이학(理學)을 밝혀 우리나라가 중화문화를 추구하고 양명학을 억제하며 주자학을 강화했다는 측면을 부각시키는 것이었다. 이이와 김장생의 학통을 이으면서도 그들의 평 가를 넘어서 춘추정신에 입각하여 정몽주가 우리나라에 ‘존주자(尊朱子)양이적(攘夷狄)'을 행한 공로가 그의 가장 중대한 업적이라고 평가한 것이다. 이처럼 송시열이 정몽주를 기리고 칭송하는 핵심 내용은 중화문화 지향,정학(正學: 주자학) 전수 등 우리나라 문화의 고양이라는 측면에 더 큰 의미를 부여하는 것이었다. The meaning was very special for Song Si-Yeol to respect Jeong Mong-Ju. The time before and after Song Si-Yeol, Chosun dynasty had highly respected Jeong Mong-ju after the foundation of the country. However the meaning of respecting Jeong Mong-Ju was different, from the Court of Chosun in the early Chosun dynasty, lots of Sunbi(Chosun noble man) in the middle Chosun dynasty, and Song Si-Yeol in the late Chosun dynasty. In this paper, we looked into the difference of respecting Jeong Mong-Ju and studied meanings Song Si-Yeol's respectation to Jeong Mong-Ju. In the early Chosun dynasty, the Court of Chosun respected Jeong Mong-Ju's loyalty and fidelity to Korea Royal family. In the middle Chosun dynasty, there was a turning point that Cho Kwang-jo emphasized Jeong Mong-Ju who contributed to advance of the study of Li(理) rather than his high loyalty toward Korea royal family. Song Si-Yeol raised the level of respectation to Jeong Mong-Ju. He highly evaluated Jeong Mong-Ju's contribution to the advancement of study of Li. Song, Si-Yeol evaluated Jeong Mong-Ju's greatness of enhancing Korean cultural level by changing Korean cultural into Chinese beyond his fidelity and loyalty. Especially, Song, Si-Yeol considered Jeong, Mong-Ju's exclusive contribution as the teachings of Zhu-Xi core science that Korean science developed on the basis of the teachings of Zhu-Xi. Song Si-Yeol's respectation to Jeong, Mong-Ju exposed that the aspect of strengthening the teachings of Zhu-Xi. He had developed the study of Li that Korea followed after Great civilization while repressing the teachings of Wang Yang-Ming. Song Si-Yeol evaluated contribution of conducting “to the follwoing after teachings of Zhu-xi” and “To pursuit of the great civilization & to reject the barbarianism” which based on Chun-chu spirit. The core substance of Song, Si-Yeol's praise to Jeong Mong-Ju is giving more meanings with the aspect of enhance of Korean cultural through the pursuit of the great civilization' and advancement of the teachings of Zhu-Xi.

        • KCI등재후보

          한국사상(韓國思想)(철학(哲學)) : 중봉(重峯) 조헌(趙憲)과 700 의사(義士)의 민족정신사적(民族精神史的) 의의(意義)

          김문준 ( Moon Joon Kim ) 한국사상문화학회 2011 韓國思想과 文化 Vol.58 No.-

          중봉(重峯) 조헌(趙憲: 1544-1592)은 율곡 이이의 학문과 사상을 계승하여 한국 도학의 정맥을 계승하고, 16세기 말인 임란 직전에 義理정신과 務實정신을 실천한 인물이다. 중봉의 위대함은 의병장으로서 뿐만 아니라, 임진왜란 전의 당시 현실 속에서 국가 위기에 대처하는 도학자들의 현실인식과 대처 양상을 이해하는 데에 가장 대표적인 인물이기 때문이다. 중봉은 節義와 學問과 經世를 겸비한 眞儒였다. 그는 학문과 군자를 좋아하고 후세에 도학을 전하고자 헌신한 교육자였고, 국가와 백성을 위해 고심한 경세가였다. 중봉은 道德, 義理와 經世를 일관하는 철학을 가지고 있었고, 修養과 濟民을 실현하기 위하여 時弊를 개혁하고 倭侵에 대비하는 대책을 구체적으로 주장했다. 특히 중봉과 700 義士는 인간 세상의 인도주의가 유린되는 부조리한 시대를 당하여 국가를 구했으며, 국가 존망의 위기와 道의 존망을 같은 문제로 인식하고, 국가와 도의 수호를 위해 殉國, 殉道했다. 그들은 국가와 仁義의 도가 존망의 위기에 처했다는 의식을 바탕으로 국가와 인도를 수호하는 강렬한 저항정신을 발휘하여 영원한 民族精氣가 되었다. 중봉의 의리사상은 김상헌, 김집, 송시열 등 한국도학파의 선비들에 의해 적극 현창되고 계승되었다. 중봉 조헌과 700 義士의 義擧 정신은 한국 선비정신의 정맥이며, 한국의 미래를 열어갈 고귀한 인간 정신을 담고 있으므로 이들의 정신은 오늘날에도 더욱 현창해야 할 것이다. 또한 중봉 조헌과 700 義士의 순국 정신은 인의에 기초하여 세계 평화를 추구하는 人道精神을 발휘한 것이므로, 그들의 정신은 동북아의 평화와 세계 평화의 정신적 기초가 될 수 있다. Jo Hoen(趙憲; 1544-1592) was one of the representative korean Sunbee. He was a martyr for his country and spirit of neo-Confucianism. He had succeeded to the thought of Lee Yi(李珥; 1536-1584), succeeding spirit of succession of the korean neo-Confucianism(道統). He had made constant efforts to put justice and righteousness into practice. and had insisted on a far-reaching reformation of the nation. He provided the wide view and many action plans for the political, economic, educational, and national defence reform to help people`s life and prepare war to reject external aggression. When Japan`s invasion(Imjin Hideyoshi Invasion: 1592-1597) occurred, he devoted his life to reject Japan`s invasion at the end of 16`s century. At that time, he raised the army of justice(義兵) and became a leader to reject Japanese invader. He put justice and righteousness into practice and confucian scholarship and fidelity to his homeland. He devoted himself to teaching and working for the nation and its people. He had a understanding his era as a period which humanism was trampled, so had a awareness which was not only the crisis of the nation`s fate and but also the crisis of the Tao(仁義). And He considered protecting his country and the Tao(道) as his duty. He guarded the nation and the people. His spirit had been inherited by the others who succeed to the spirit of Korean neo-Confucianist. The spirit of Sunbee and the patriotic deed of Martyr Jo Hoen and 700 righteous men would be the core of korean traditional spirit.

        • KCI등재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