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열처리와 Shoot-Tip Grafting에 의한 감귤 바이러스 무독묘 생산

          김대현,심혜경,권혁모,현재욱,김광식,이진경,이석찬,Kim Daehyun,Shim Hyekyung,Kwon Hyeogmo,Hyun Jaewook,Kim Kwangsik,Lee Jinkyung,Lee Sukchan 한국식물생명공학회 2005 식물생명공학회지 Vol.32 No.1

          바이러스에 감염된 감귤나무를 생육상에서 주간 $40^{\circ}C$, 야간 $30^{\circ}C$로 열처리한 후 발생한 신초를 $0.3\~0.7\;\cal{mm}$ 로 잘라내어 기내에서 치상한 탱자 (P. trifoliata) 대목에 접목하는 열처리와 경정접목 (shoot-tip grafting)을 병행한 방법으로 무독묘 생산에 성공하였다. 감글 바이러스 즉, citrus tristeza virus (CTV), satsuma dwarf virus (SDV) and citrus tatter leaf virus (CTLV) 에 대한 무독화율은 각각 $75.7\%,\;100.0,\%\;82.6\%$ 였다. 경정접목 시 접수크기는 $0.3\;\cal{mm}$ 이하 일때 바이러스 무독화율이 높았으나 절목 후 활착율은 저하되었다. 열처리 후 경정배양 (shoot-tip culture)을 하여 1 개월 후에 활착율을 조사한 결과 Yuzu (C. junos)는 $74.6\%$, 그리고 early satsuma mandarin (Iwasagi)은 $13.3\%$를 나타내었다. 그러나 항바이러스제인 rivabirin을 첨가한 후 무독효과를 보기 위하여 후대배양 중에 온주밀감의 특성상 갈변되어 고사함으로서 무독묘를 생산하지 못했다. Virus-free stocks was produced by the combination of the heat treatment of virus infected plant and shoot-tip grafting (STS). To produce virus-free stocks, the plants infected with citrus viruses were used for virus-free stock production using the modified method of STG in thermotherapy at $40^{\circ}C$ for 16 hours in the light, and at $30^{\circ}C$ for 8 hours of darkness for 4 weeks. Trifoliate orange (P. trifoliata) were used as rootstock seedling for STG. Percentages of virus-free stocks against citrus tristeza virus (CTV), satsuma dwarf virus (SDV) and citrus tatter leaf virus (CTLV) were $75.7\%,\;100.0,\%\;82.6\%$ respectively. Shoot tip size for successful STG were as small as possible. Less than $0.3\;\cal{mm}$ of shoot tips gave the hight efficiency of virus free plants but survival rates were low. And, survival rate after shoot-tip culture was analyzed and the rates were dependant on the cultivars; Yuzu cultivar showed the hight survival rate ($74.6\%$) and early satsuma mandarin (Iwasagi) was $13.3\%$ as the lowest cultivar. But citrus trees were not succeed to grown, turned brown, and died.

        • KCI등재

          1950~60년대 성교육 담론의 재구성

          김대현 ( Kim¸ Daehyun ) 연세사학연구회 2021 學林 Vol.48 No.-

          1950~60년대 성교육은 정신분석학의 영향을 받은 생활지도의 지식과 교도교사 제도를 통해 교육 현장에 부분적으로 시행되었다. 더불어 성교육의 내용은 ‘성을 말하지 않는’ 당대의 사회문화적 배경을 바탕으로, 그것과 강하게 연결된 이성애 결혼 위주의 섹슈얼리티 수행, 여성의 ‘순결’ 강조 등 성차별적 내용으로 구성되었다. 더불어 우생학의 영향을 받은 ‘우생결혼’에 대한 내용이 성교육 책자에 잔존하였다. 또한 정상가족의 구성을 위한 모범사례와 더불어 기피와 금지의 대상이 되는 성적 실천의 사례 또한 동시에 소개되었다. 먼저 성매개감염병은 치료 약제가 개발·보급된 후에도 그 병에 대한 사회적 낙인이 성교육의 논리 속에 지속적으로 노정되었다. 더불어 ‘동성애’는 프로이트 정신분석학에 기대어 ‘성적으로 미숙한’ 형태로 인지되었고, ‘성을 가급적 말하지 않는’ 관습이 한국의 바람직한 전통으로 본질화되는 과정에서 비규범적 성애·성별 실천은 정신의학계를 넘어 교육계에도 애초에 드문 것으로 주변화되었다. 이처럼 당대 성교육 논리 속 규범적·비규범적 성적 실천과 양자에 대한 해석은, 이전 시기의 우생학의 잔영과 더불어 1950~60년대에 본격적으로 수입된 정신분석학의 느슨한 틀 속에 사회적으로 구성되고 있었다. In the 1950-60s, sex education in South Korea was carried out through the lens of “guidance” and the system of “school counselors,” based on Freud’s psychoanalytic theory. In accordance with the sociocultural background of the time, which involved a “Don’t talk about sex as much as possible” attitude, the contents of sex education revolved around heterosexual marriage, and especially women’s chastity. Moreover, sex education imparted the idea of the “eugenic marriage,” as influenced by pre-war eugenics. Besides such exemplary cases, taboo sexual topics such as STDs (sexually transmitted diseases) or non-normative sexual and gender practices were also introduced. Despite the invention and prevalence of STD treatments, the social stigma around STDs remained strong. Furthermore, “homosexuality” was treated as an immature stage according to Freud’s psychoanalytic theory, and the sociocultural background of the “Don’t talk about sex as much as possible” attitude was essentialized as a good Korean tradition. Thus, non-normative sexual and gender practices were marginalized from the educational field as well as by psychiatrists. In conclusion, normative and non-normative sexual practices were reconstructed in the contemporary sex education in both the shadow of eugenics from earlier times and the careless form of psychoanalysis broadly accepted in the 1950-60s.

        • 공개 소프트웨어 기반 로봇 학습시스템 개발

          김대현(Kim DaeHyun),김창수(Kim ChangSoo) 한국정보과학회 2011 한국정보과학회 학술발표논문집 Vol.38 No.1D

          이 논문은 공개 소프트웨어 기반의 로봇 학습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필요한 교육용 로봇, 학습관리시스템, 로봇콘텐츠 저작도구, 로봇 에이전트의 기능을 정의하고 있다. 특히 공개SW 학습관리시스템의 기능을 비교분석하여 로봇과 연계할 시스템을 제안하고 있다. 공개SW 학습관리 시스템은 지니(GeNIE)와 무들을, 화상강의 시스템은 DimDim을 추천하고, 로봇 콘텐츠 저작도구는 OPRoS기반의 로봇 콘텐츠 시뮬레이터와 연계되는 형태를 권한다.

        • 클라이언트 / 서버 환경에서 클래스 이동을 고려한 자바 소스 코드의 시스템 부하 측정 시뮬레이터 구현

          김대현(DaeHyun Kim),이준연(Jun Yeon Lee),김영찬(YoungChan Kim) 한국정보과학회 1998 한국정보과학회 학술발표논문집 Vol.25 No.2Ⅲ

          클라이언트/서버 환경에서 성능향상을 위해서는 네트워크의 속도 향상, 서버와 클라이언트의 충분한 하드웨어와 운영체제, 데이터 베이스의 구성, 애플리케이션의 디자인을 고려해야 한다. 하드웨어에 추가되는 비용 없이 성능향상을 하기 위해서는 최적의 애플리케이션을 사용해야하는데, 코딩단계에서 개발 코드의 시스템 부하량을 측정하여 개발자에게 정보를 제공한다면 최적의 애플리케이션 개발이 용이할 것이다. 본 논문에서는 소스 코드의 정적 분석을 통해 시스템 부하량을 측정하는 시뮬레이터의 개발에 대해 논의한다.

        • KCI등재

          비선형 줌-렌즈 왜곡 모델을 이용한 비디오 영상에서의 줌-렌즈 왜곡 보정

          김대현(Daehyun Kim),신형철(Hyoungchul Shin),오주현(Juhyun Oh),남승진(Seungjin Nam),손광훈(Kwanghoon Sohn) 한국방송·미디어공학회 2009 방송공학회논문지 Vol.14 No.3

          본 논문은 줌-렌즈로 취득한 비디오 영상에 대해서 줌-렌즈의 왜곡을 자동으로 보상할 수 있는 새로운 방법을 제안하였다. 먼저, 초점거리의 증가에 따라 렌즈의 왜곡 계수가 비선형적으로 단조 감소하는 특징으로부터 초점거리와 렌즈 왜곡 계수로 표현되는 비선형 줌-렌즈 왜곡 모델을 정의하였다. 그리고 취득한 비디오 영상으로부터 몇 장의 샘플 영상을 선정하고, 이 샘플 영상에 대한 초점거리와 렌즈 왜곡 계수는 기존의 방법들을 이용하여 측정하였다. 이렇게 측정한 초점거리와 렌즈 왜곡 계수들로부터 줌-렌즈 왜곡 모델을 최적화 시켰다. 최적화된 줌-렌즈 왜곡 모델은 각 비디오 영상의 초점거리를 입력으로 하여 렌즈 왜곡 계수를 자동으로 계산할 수 있다. 본 논문에서 제안한 방법은 다양한 실사 영상과 비디오 영상에 적용하여 그 성능을 검증하였으며, 화질의 열화 없이 영상의 왜곡을 보상할 수 있었다. In this paper, we proposed a new method to correct the zoom lens distortion for the video sequence captured by the zoom lens. First, we defined the nonlinear zoom lens distortion model which is represented by the focal length and the lens distortion using the characteristic that lens distortion parameters are nonlinearly and monotonically changed while the focal length is increased. Then, we chose some sample images from the video sequence and estimated a focal length and a lens distortion parameter for each sample image. Using these estimated parameters, we were able to optimize the zoom lens distortion model. Once the zoom lens distortion model was obtained, lens distortion parameters of other images were able to be computed as their focal lengths were input. The proposed method has been made experiments with many real images and videos. As a result, accurate distortion parameters were estimated from the zoom lens distortion model and distorted images were well corrected without any visual artifacts.

        • KCI우수등재

          한국 지리학에서 생물지형학적 연구의 동향과 전망

          김대현(Daehyun Kim) 대한지리학회 2021 대한지리학회지 Vol.56 No.1

          본 논문에서는 우리나라 지리학계에 생물지형학을 소개하고, 이와 관련된 연구의 동향을 파악하며, 향후 한국에서 시도할 수 있는 생물지형학 연구를 제안하고자 하였다. 우선 생물지형학의 주요 용어인 ecosystem engineering과 niche construction의 의미를 논의한 후, 중국과 일본 학계에서 이들을 어떻게 번역하는지 설명하였다. 이를 바탕으로 우리나라에서는 각각 ‘생태계 공학’과 ‘지위 건설’로 번역함을 제안하였다. 한편, 우리나라 지리학계의 주요 학술지(대한지리학회지, 한국지리학회지, 한국지형학회지, 한국지역지리학회지, 국토지리학회지)에서 생물지형학적 연구 성과를 조사하였다. 한국학술지인용색인을 통해 검색 가능한 총 3,383개의 논문 중 생물지형학적인 성격을 띤다고 판단되는 것은 8개로서 0.2%의 출현 확률을 보였다. 마지막으로, 아직 우리나라에서 생물지형학적 연구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지 않지만, 향후 한반도 지형발달사와 해안사구, 해안습지, 4대강 정비 사업 이후 하천의 변화와 관련된 연구에서 큰 가능성을 엿볼 수 있음을 논하였다. This paper aimed to introduce biogeomorphology to the Korean geographical society and propose future research agendas. First, I explained two important biogeomorphic concepts, namely, ecosystem engineering and niche construction, and discussed how these terminologies have been interpreted in Chinese and Japanese. Based on this information, I suggested that each be interpreted as ‘생태계 공학’ and ‘지위 건설’ in Korean, respectively. Within the Korea Citation Index system, five major geographical journals-Journal of the Korean Geographical Society, Journal of the Association of Korean Geographers, Journal of the Korean Geomorphological Association, Journal of the Korean Association of Regional Geographers, and The Geographical Journal of Korea-were examined to identify how many publications could be considered biogeomorphological. I found only 8 out of the total of 3,383 articles (i.e., 0.2% occurrence probability). Finally, I proposed that, although still being in its infancy in Korea, biogeomorphology has a potential to thrive in the studies of long-term morphogenetic history of the Korean peninsula, short-term changes of dunes and wetlands along the Yellow Sea, and fluvial dynamics after the Four Major Rivers Restoration Project.

        • 클라이언트 / 서버 환경에서 소스코드 분석에 의한 연산 부하 측정 시뮬레이션

          김대현(DaeHyun Kim),김흥남(HeungNam Kim),윤인중(InJung Yoon),이준연(JunYeon Lee),김영찬(YoungChan Kim) 한국정보과학회 1998 한국정보과학회 학술발표논문집 Vol.25 No.1A

          클라이언트/서버 환경에서 운용되는 대부분의 애플리케이션 프로그램은 다계층 구조에서 동작이 가능하도록 하기 위해서 클라이언트, 애플리케이션 로직, 데이터 요소로 분할될 수 있다. 이와 같은 구조로 이루어진 애플리케이션 프로그램을 효율적으로 수행하기 위해서는 애플리케이션 프로그램의 성격에 따라 최적의 환경으로 분산되어 수행되어야 한다. 애플리케이션 프로그램 개발자가 부하 분산 정보를 코드 개발시에 파악할 수 있다면 부하 분산 정책을 유연하게 애플리케이션 프로그램에 적용시킬 수 있을것이다. 본 논문에서는 이러한 분산 정책을 코드 개발 단계에서 지원하기 위한 시뮬레이션 도구를 개발하고 이를 평가하였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