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고려사』의 편찬과 조선전기 前朝史인식

          김난옥(KIM NANOK) 한국사학회 2014 史學硏究 Vol.- No.116

          왕조국가에서 전조사의 편찬에 권력주체인 왕실의 관점이 반영되는 것은 당연한 이치이며, 이러한 측면에서 ‘고려사’ 편찬과정은 고려 멸망의 필연성과 조선왕조 건국의 정당성을 드러내기 위한 계기가 되었다. 태조대 ?고려국사?의 편찬은 이러한 목적에 부합하는 사업이었으나, 매우 적은 분량이어서 前朝史에 대한 정리라는 측면에서는 한계성이 뚜렷하다. 태종대에는『고려국사』가 ‘僞朝’ 이후의 사적이 ‘失眞’하였다는 명분으로 改修가 추진되었으나,『태조실록』의 修撰이 선행되면서 결국 실현되지 못하였다. 세종대에는 여러 차례의 ‘고려사’ 改修를 걸쳐 文宗1년에 드디어 紀傳體인『고려사』가 완성되었다. 완성된 시점은 문종대이지만 ‘고려사’의 편찬체재와 수록원칙 및 내용에 대한 실질적인 확정은 대부분 세종대에 이루어졌다. 세종대 ‘고려사’ 개수는 ?고려국사? 이후 논란이 되었던 공민왕 이후의 史蹟이 최종적으로 정리됨과 동시에 조선왕실 선대의 기록을 새로 보완하거나 추가하는 방향으로 진행되었다. 문종대 이후 前朝史에 대한 인식은 조금씩 변화가 나타났다. 비록 『고려사』가 널리 보급된 것은 아니지만, 科擧과목이나 經筵의 講論대상이 되기도 하였다. 특히 조선의 官制나 儀禮를 정비할 때 『고려사』의 세부적인 사항과 내용이 참고자료로 활용되었다. 이처럼 ‘고려사’ 편찬 과정에는 조선 건국의 정당성을 강조하려는 왕실의 입장이 매우 강조되었다. 이후 시기가 흐름에 따라 前朝史를 냉정하고 합리적으로 이해할 상황이 마련되기도 하였지만, 기본적인 인식은 크게 변하지 않았다. 다만 문종대 이후에는 그 이전에 비해 『고려사』를 국정운영과 결부해 실용적으로 활용하려는 시도가 이루어졌다. In a country of dynasty, compiling jeonjosa(historical affairs of the previous dynasty) is evidently affected by the incumbent royal family in power. In this regard, the process of compiling ‘Goryeo-sa(history of the Goryeo Dynasty)’ gave an opportunity to justify the ruin of the Goryeo Dynasty and the legitimacy of establishing the Joseon Dynasty. The publication of ‘Goryeo-guksa(national history of the Goryeo Dynasty)’ during the reign of the founder of the Joseon Dynasty served this purpose, but due to its small volume, it had limitations in capturing the affairs of the Goryeo Dynasty. Later during the reign of King Taejong, efforts were made to update ‘Goryeo-guksa’ under the pretext that the records on the wijo(the illegitimate dynasty) and afterwards lacked truth. However, these were not completed due to the earlier compilation of ‘Taejo-sillok(chronicles of the founder).’ During the reign of King Sejong, ‘Goryeo-sa’ had been updated several times, and completed in the style of gijeonche by the time of King Munjong. The book was finished during the reign of King Munjong, but a substantial part of decisions on the publishing style, principles for selecting the materials and actual selection was made during the time of King Sejong. The works on ‘Goryeo-sa’ during King Sejong’s time cleared a controversy over the historical records on King Gongmin’s reign, and were done in a way that complemented and added records on the previous kings of the Joseon Dynasty. After King Munjong’s time, perceptions on jeonjosa began to change slightly. Though ‘Goryeo-sa’ was not distributed widely, it was occasionally included in gwageo(the highest-level state examination) or gyeongyeon (lectures given to the king). Particularly, details and information in ‘Goryeo-sa’ were used as a reference inorganizing the government structure and rituals of the Joseon Dynasty. The process of compiling ‘Goryeo-sa’ widely reflected the position of the royal family that emphasized the legitimacy of founding the Joseon Dynasty. As time went by, historical affairs of the previous dynasty came to be seen in a more objective and reasonable manner, but the underlying approach hardly changed. It is noteworthy that after King Munjong’s time, a more practical approach was made to reflect materials of ‘Goryeo-sa’ in government affairs.

        • KCI등재

          고려말 四件奴婢의 유형화와 노비정책

          김난옥(Kim Nanok) 한국사연구회 2009 한국사연구 Vol.145 No.-

          King Ch'ngs?n had been aware of the seriousness of the abuses of the illegal seizure of slaves since his days as Crown Prince. In this regard, he exhibited a willingness to resolve the issues associated with slavery during both his tenureas acting regent and during the early portion of his rule. His confiscation of illegally seized slaves from the so-called 'four classes of slaves (sag?n nobi)' can be seen as having been motivated not only by his desire to put an end to the evil practices associated with the seizure of slaves. but also as politically motivated steps designed to weaken the power of the close associates of the previous king. However, the limits of the steps taken by King Ch'ngs?n are clearly evidenced by the fact that his own close associates were actively engaged in such practices. A campaign to confiscate individuals who belonged to the four classes of slaves was once again implemented during the fourth year of King Ch'nghye. The rationale behind the confiscating of these slaves was identical to that which had motivated a similar move during the reign of King Ch'ngs?n, with the degree of damage incurred based on the extent of the slaveholders' relationship with those in charge of the implementation of this campaign. The confiscation of individuals falling under these four categories of slaves was closely related to the retrieval and reversion of kongsinj?n (merit-subject land). However, the fact that King Ch'nghye was sent into exile by the Yuan dynasty of China after a mere few months on the throne ensured that his actions taken in this regard were limited interms of their efficiency and consistency. A comparable situation occurred during the early period of the reign of King Ch'ngsuk, when King Ch'ngs?n, despite his status as abdicated king, continued to exercise a powerful political influence. The class of people known as kisang nobi (slaves presented as bribes), which constituted one of the above-mentioned four classes of slaves, came into being as a result of the search for methods to increase the number of slaves which could be offered to the powers that be as a bribe. This type of slave was generally forcefully seized or acquired by those in power. However, during the reform process, ownership of these slaves was reverted to the royal Buddhisttemple or royal treasury, where they could be used as the private property of the royal family, rather than to their original owners or government organizations. This type of situation makes clear the twisted manner in which the slavery system was managed. The slaves granted by the previous king to his meritorious subjects or close associates represented the economic basis upon which the latter maintained their power. However, these slaves were subsequently confiscated in accordance with the prevailing political dynamics. More often than not, these slaves were confiscated and then granted to new officials. T'sok nobi (entrusted slaves) were individuals who voluntarily offered themselves as slaves to the powers that be or to the large-scale landlords that developed during late Kory?. However, while the slaves obtained through this t'sok system appeared on the surface to have been seized through legal means. there is much reason to believe that such individuals werein fact forcefully turned into slaves by the powers that be. This assertion is supported by the fact that this type of slave also became the subject of confiscation on the part of the state during the above-mentioned reforms. In this regard, the fact that the insang muy?k nobi (slaves obtained through personal transactions) were, like the t'sok nobi, made the object of confiscation only serves to further heighten the possibility that this type of slave was also initially seized through illegal means. These four classes of slaves (sag?n nobi) were regarded as being separate from the cho?p nobi, or private slaves inherited from one's ancestors. However, the marked increase in the num

        • KCI등재

          고려후기의 납속책

          김난옥(KIM NANOK) 고려사학회 2014 한국사학보 Vol.- No.55

          납속은 국가가 부족한 재원을 조달하기 위해 곡식 등의 財貨를 수납하는 대가로 從良시키거나 관직에 보임하는 제도이다. 고려의 납속은 납속량에 따라 해당 품계의 관직을 제수하는 납속보관제 방식으로 시행된 일종의 ?爵制이다. 고려 시기 납속보관은 충렬왕과 충목왕, 그리고 우왕대에 시행되었다. 납속책은 정상적인 出仕내지 관직 승급 방식과는 거리가 멀 뿐만 아니라 財貨를 매개로 官爵을 매매한다는 점에서 전통적인 官制운영에 배치되는 제도였다. 납속은 일본원정, 원나라에 대한 國王親朝, 饑饉, 군수 문제 등으로 인한 국가재정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고육책으로 시행되었다. 고려후기 납속책의 시행으로 인해 재화를 매개로 官界진출이 가능해졌기 때문에 그로 인한 영향 역시 적지 않았다. 가장 중요한 변화는 신분제의 동요였다.하지만 충렬왕대에는 납속량이 과중하여 비록 납속보관을 희망한다고 하여도 현실적으로 실현시키기 쉽지는 않았을 것이다. 따라서 다수의 富豪層이 납속을 통해 관직을 제수받게 되는 것은 납속량이 현격하게 감소된 충목왕대 이후로 판단된다. 한편 납속보관제는 고려시기 거의 내내 시행되어 왔던 役官制와는 매우 차별적인 제도였다. 두 제도 모두 경제력을 기반으로 벼슬을 얻는 방식은 동일하지만, 前者는 특별한 자격이 제한되지 않은 반면 後者는 衣冠子弟라는 출신이 전제되었다. 役官制는 참직의 除授를 전제로 하여 국가나 관청에 경제력으로 기여하는 제도였지만, 의관자제 혹은 사족이라는 일정한 자격을 갖춘 대상을 중심으로 운영되었다. 하지만 납속보관은 신분적 하자가 없는 良人이라면 대상에 포함될 수 있었다. 이처럼 특정한 신분층 이상에게 한정되는 役官制와 경제적 능력만 있으면 관직에 나갈 수 있는 納粟補官制와는 질적인 차이가 있었다. 결국 전통적인 신분관이나 관제 운영에 대한 상식을 초월하는 납속보관제의 시행은 前期와는 확연히 다른 고려후기 사회상을 보여준다.

        • KCI등재

          공민왕대 기사의 수록양식과 원전자료의 記事 전환방식

          김난옥(KIM NANOK) 고려사학회 2013 한국사학보 Vol.- No.52

          The annual average numbers of articles in the era of King Gongmin were 61 in the 「Sega(世家)」 in 〈Goryeosa (高麗史, History of Goryeo)〉 and 39 in the 〈Goryeosa Jeolyo (高麗史節要, Essentials of Goryeo History)〉 and thus the former was approximately 1.5 times of the latter. However, the increase and decrease in the number of articles over time of the former and the latter were generally proportional. The numbers of articles between the end of the 12th year and the 13th year of King Gongmin and between the end of the 14th year and the beginning of the 13th year of King Gongmin are much smaller compared to other periods because some of materials in original books were omitted or deleted in the complicated relationship with Yuan. The most notable thing in the recording systems of the 「Sega(世家)」 and the 〈Goryeosa Jeolyo (高麗史節要, Essentials of Goryeo History)〉 is that whereas the daily sexagenary cycles were indicated in approximately 85% of articles in the former, the daily sexagenary cycles were indicated in only approximately 9% of articles in the latter. In the case of the 〈Goryeosa Jeolyo (高麗史節要, Essentials of Goryeo History)〉, the daily sexagenary cycles were mostly omitted because many articles gathered were synthesized and summarized because of the principle of ’‘summarization’. Articles beginning with ‘this month’ or ‘this year’ were those for events that clearly occurred in the month or year but could not be dated to certain days. However, among the entire articles for the era of King Gongmin, the number of those beginning with ‘this month’ was only 8 and the number of those beginning with ‘this year’ was only 3. The reason why articles related to Hwanjo(桓祖) were included in the extremely small numbers of ‘this month(是月)’ and ‘this year(是年)’ articles was that the articles related to Hwanjo(桓祖) were added when ‘Goryeo History’ was complied in the Joseon Dynasty period. The Lee Seong-Gye related articles contained in the 「Sega(世家)」 and the 〈Goryeosa Jeolyo (高麗史節要, Essentials of Goryeo History)〉 are almost the same as those in the 「Taejo Series(太祖總序)」 and excessively decorated the achievements of Lee Seong-Gye compared to the activities of persons in the era of King Gongmin recorded in the 「Biographies(列傳)」. As with the case of Hwanjo(桓祖) related articles, this was because the achievements of Lee Seong-Gye were unnaturally included in the 「Sega(世家)」 and the 〈Goryeosa Jeolyo (高麗史節要, Essentials of Goryeo History)〉. The preface and messages in 〈Mokeunmungo(牧隱文藁)〉 were recorded in detail in 「Sega(世家)」 and briefly in the 〈Goryeosa Jeolyo (高麗史節要, Essentials of Goryeo History)〉. Cases where terms such as proclamation(宣旨) and royal messages(勅書) were irregularly changed in the process of converting the content of the anthology into articles in the 「Sega(世家)」 and the 〈Goryeosa Jeolyo (高麗史節要, Essentials of Goryeo History)〉 could be found. The reason for this is considered to be the confusion resulted from frequent changes in the principle of compilation of the ‘Goryeo History’ or the carelessness of compilers.

        • KCI등재

          자기보고식 핵심역량 측정에서 응답양식의 탐색 및 효과 : 다차원 명명반응모형 및 문항반응나무모형의 적용

          김난옥(Nanok Kim),손원숙(Wonsook Sohn) 한국교육평가학회 2021 교육평가연구 Vol.34 No.4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평정형 척도를 활용한 자기보고식 핵심역량 검사에서 다차원 명명반응모형(Multidimensional Nominal Response Model: MNRM) 및 문항반응나무모형(Item Response Tree: IRTree)을 활용하여 응답양식(response style)을 측정하였다. 구체적으로 국내 핵심역량 검사에서 대표적으로 사용되고 있는 5점 리커르트식 척도에서 양극단에 있는 범주를 선호하는 극단응답양식(Extreme Response Style: ERS)과 중간범주를 선호하는 중간응답양식(Midpoint Response Style: MRS)에 초점을 두어 탐색하였다. 한국교육종단연구2013의 대규모 학생 역량조사 자료를 활용하여 분석한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MNRM과 IRTree 모두에서 응답양식을 통제하지 않은 모형에 비해 응답양식을 통제한 모형의 적합도가 보다 양호하였다. 둘째, ERS나 MRS 중 1개의 응답양식만 통제하였을 때보다 ERS 및 MRS를 동시에 통제하였을 때 모형의 적합도가 더 양호하였다. 셋째, MNRM과 IRTree 중 본 자료에는 MNRM에 기반한 응답양식 탐색 모형의 수행능력이 더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넷째, 응답양식을 통제한 후 핵심역량 간 상관계수의 강도는 축소되는 경향을 보였다. 이러한 연구결과에 기반하여 신뢰롭고 타당한 핵심역량 측정을 위한 시사점을 도출하였다. This study aims to investigate response style in students’ competencies assessment with rating scale. Response style was examined by using two item response theory (IRT) frameworks: multidimensional nominal response model (MNRM) and item response tree model (IRTree) using empirical data sets of students’ competencies from Korean Educational Longitudinal Survey (KELS: 2013) 4th (8th graders). The findings are as follows. First, the models that control for response styles generally showed a better fit than the model that do not take response styles into account. Second, among the models that account for response styles, the models with both ERS and MRS fitted better than the models with either ERS or MRS. Third, as a result of using the two IRT frameworks such as MNRM and IRTree to examine students’ response style in competency assessment, MNRM showed a better fit than IRTree and it also had good discriminant validity between the competency trait and response styles. Forth, the correlations between ten sub-scales of key competencies decreased when response style was considered. Finally, theoretical and applied implications for future research were discussed.

        • KCI등재

          수업참여와 학업성취도의 종단적 상호 관계와 변화 양상: 다차원 수업참여 모형

          박민애(Minae Park),김난옥(Nanok Kim),이빛나(Bitna Lee),손원숙(Wonsook Sohn) 한국교육평가학회 2018 교육평가연구 Vol.31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적극적인 수업참여는 학생들의 학업성취와 수업 및 학습의 질을 예측하는 중요한 변인이다. 수업참여는 단순히 수업에 출석한다는 의미를 넘어서 행동, 정서, 인지적 차원을 포함하는 복합적인 개념이다. 본 연구에서는 수업참여를 행동, 정서, 인지적 참여 등 다차원으로 정의하고 수업참여 하위요인과 학업성취와의 종단적 상호관계와 변화 양상을 탐색하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국가수준 학업성취도 평가의 2012-2014년(중3-고2) 두 시점 종단 자료를 활용하였으며 자기회귀교차지연모형을 활용하였다. 그 결과 첫째, 수업참여 하위요인인 행동, 정서, 인지적 참여는 학업성취에 모두 유의한 정적 영향을 미쳤다. 뿐만 아니라 학업성취 또한 수업참여에 유의한 정적 영향을 미치고 있어, 수업참여와 학업성취는 상호 간 촉진시키는 변인임을 확인할 수 있었다. 둘째, 수업참여 하위요인 간 종단적 상호관계는 서로 유의하여 세 하위요인 간의 상보적 인과관계가 파악되었다. 특히, 인지와 행동적 참여 간 상호효과 크기가 가장 크게 나타났고, 정서적 참여는 상대적 효과크기가 작았으며 교과별로 차이를 나타냈다. 셋째, 수업참여 각 하위요인의 상대적 안정성은 중간 수준이었고, 잠재평균분석 결과 중학생에 비해 고등학생은 행동적 참여가 낮고 인지적 참여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교육적 시사점 및 제언을 추가하였다. Student engagement is one of the important factors predicting student achievement and quality of teaching and learning. In the present study, student engagement is defined as behavioral, emotional, and cognitive engagement.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longitudinal interplay between student engagement and achievement, and their stability across two years from 9 th to 11 th grades using an autoregressive cross-lagged (ARCL) model. The main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earlier behavioral, emotional and cognitive engagement had the significant effects on later achievement. Also, achievement was a significant predictor for three kinds of student engagement. It was confirmed that student engagement and achievement are factors that would promote reciprocal development. Second, we found the reciprocal causal relationships among the three kinds of student engagement. Especially, our findings showed that the longitudinal reciprocal effects between cognitive and behavioral engagement were the largest. The effect size of emotional engagement was relatively small and inconsistent across subjects. Third, the relative stability of student engagement was found to be moderate. According to the latent mean analyses where 9 th grade was used as a reference group, 11 th graders showed lower mean values in behavioral engagement but higher ones in cognitive engagement. Finally, implications of the study and recommendations for future research were discussed.

        • KCI등재

          교실평가 실제 유형에 따른 중학생의 평가인식과 학업적 자기조절 및 피드백 추구 행동 간의 구조적 관계 분석

          노현종 ( Noh¸ Hyunjong ),김난옥 ( Kim¸ Nanok ),이빛나 ( Lee¸ Bitna ),손원숙 ( Sohn¸ Wonsook ) 부산대학교 과학교육연구소 2020 교사교육연구 Vol.59 No.4

          본 연구의 주요 목적은 교실평가 실제의 유형에 따른 중학생의 학습을 위한 평가(Assessment for Learning:AFL) 인식이 학업적 자기조절과 피드백 추구 행동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 교실평가 장면에서 중학생이 인식하는 평가 유형을 교사주도 평가와 상호작용적 형성평가로 구분하였다. 교실평가 실제의 유형과 AFL 인식, 학업적 자기조절, 피드백 추구 행동 간의 관계를 파악하기 위해 구조방정식 모형 분석을 실시하여 변인 간 직・간접 효과를 확인하였다. 연구대상은 D와 K지역에 소재한 4개 중학교에 재학 중인 2, 3학년 학생 450명이다. 분석 결과, 성적 산출이나 등급부여를 목적으로 하는 교사주도 평가는 AFL 인식에 영향을 미치지 못한 반면, 학습 상태를 관찰하고 의견을 나누는 교사-학생 간 상호작용적 형성평가는 AFL 인식에 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으로 교실평가 실제가 AFL 인식과 학업적 자기조절을 매개하여 피드백 추구 행동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간접효과를 분석한 결과, 상호작용적 형성평가는 AFL 인식을 매개하여 학업적 자기조절과 피드백 추구 행동에 통계적으로 유의한 정적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교사주도 평가는 AFL 인식과 학업적 자기조절을 매개하여 피드백 추구 행동에 미치는 간접효과가 유의하지 않았다. 마지막으로 학생이 인식하는 교실평가 실제와 AFL 인식의 중요성 및 교실 평가 개선과 학습자의 성장과 발전을 돕기 위한 상호작용적 형성평가의 교육적 시사점에 대하여 논의하였다. The main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analyze the structural relationships of classroom assessment practice with middle school students’ conceptions of assessment for learning (AFL), their academic self-regulation, and feedback seeking behavior. The instrument for Students' Conceptions of Assessment (SCoA-IV) was completed by 450 middle school students attending to four different schools in D or K region of Korea. A structural equation modeling analysis was used to identify the direct and indirect effects among the variables such as two types of classroom assessment practices, AFL conception, academic self-regulation, and feedback seeking behavior. As a result of the analysis, it was found that the effect of teacher controlled assessment on AFL conception was not significant, whereas the interactive formative assessment had a positive effect on AFL conception. In the analysis of indirect effects, the teacher controlled assessment had no significant indirect effects on students' academic self-regulation and feedback-seeking behavior, whereas the interactive formative assessment had significant indirect effects on feedback seeking behavior through the AFL conception and academic self-regulation. Lastly, the educational implications of interactive formative assessment for students’ learning and teachers’ instruction improvement, and the importance of students’ AFL conception were discussed.

        • KCI등재

          중학생의 미디어 레퍼토리 유형화에 따른 뉴스 리터러시 및 사회적 참여의 차이

          유신복(Yu, Shin-bok),김난옥(Kim, Nanok) 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 2020 한국청소년연구 Vol.31 No.1

          본 연구는 오늘날 다양한 매체 환경에 노출된 중학생이 어떠한 형태로 매체를 조합하여 사용하는지 파악하기 위해 잠재계층분석(latent class analysis)을 적용하여 미디어 레퍼토리 유형을 분류하였다. 또한 분류된 미디어 레퍼토리 유형의 특성을 확인하고자 레퍼토리 유형에 따른 뉴스 리터러시와 사회적 참여의 차이를 살펴보았다. 이를 위해 한국언론진흥재단이 실시한 ‘10대 청소년 미디어 이용조사’ 자료를 활용하였다. 그 결과 첫째, 중학생의 미디어 레퍼토리는 PC 및 모바일 인터넷, 메시징 서비스, SNS의 이용확률도 높은 편이고, 1인 방송, 팟캐스트, 텔레비전, 종이신문, 라디오, 잡지의 이용확률이 높은 집단으로, 10개 미디어의 전반적 이용률이 높은 다중매체 이용 집단(2.2%), PC인터넷의 이용확률은 없으며, 모바일, 메시징서비스, SNS의 이용률이 높은 집단인 모바일-소셜네트워킹 중심 이용 집단(23.1%), 모바일뿐만 아니라 PC인터넷 이용확률도 높으며, 메시징서비스, SNS뿐만 아니라 1인 방송의 이용확률이 높고, 텔레비전, 종이신문, 라디오, 잡지의 이용확률이 낮은 집단인 뉴미디어 중심 이용집단(67.7%), 모바일 인터넷의 이용확률이 높기는 하나 이에 비해 다른 매체들의 이용 확률이 상대적으로 낮은 집단인 미디어 저이용 집단(6.9%)으로 유형화할 수 있었다. 둘째, 중학생 미디어 레퍼토리 유형의 특성을 확인하기 위하여 이들 유형에 따라 뉴스 리터러시와 사회적 참여가 차이가 있는지를 살펴본 결과, 중학생의 뉴스 리터러시는 ‘다중매체 이용집단’이 가장 높고, ‘모바일-소셜네트워킹 중심 이용집단’이 가장 낮았으며, 사회적 참여인 서명운동과 기부경험도 ‘다중매체 이용집단’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 결과를 토대로 교육적 시사 및 함의를 논의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classify the types of media use for Middle School Students in order to better understand what types of media are used by adolescents exposed to various media environments. To identify the characteristics of these categorized types, we analyzed the differences between news literacy and social participation according to media repertoire types. For this purpose, we used the data conducted by the Korea Press Foundation and classified the latent class by applying the latent class analysis method. As a result, first, the media repertoire of middle school students could be classified into four classes: a multi-media use group, a mobile-social networking-oriented use group, a new media-based use group, and a media low-use group, respectively. Second, according to the media repertoire of middle school students, there was a difference in the level of news literacy and the degree of social participation. Selective reading, balanced reading, and critical reading were all high in the multi-media use group, and the average of the mobile-social networking-focused use group was the lowest.

        • KCI등재

          중학생이 지각한 학습자 중심 수업과 피드백 경험, 정의적 성취 및 수학교과역량 간의 구조적 관계

          유신복(Shinbok Yu),김난옥(Nanok Kim) 한국교육평가학회 2020 교육평가연구 Vol.33 No.4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plore the structural relationship between learner-centered instruction and feedback experience and affective and cognitive achievement, focusing on instruction and assessment that emphasize student growth. A structural equation model analysis was conducted using data from the third year of the middle school panel of the Daegu Education Longitudinal Study. The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learner-centered instruction and overall feedback had a positive effect on students affective achievement, but individual feedback had a negative effect on academic efficacy. Second, the higher the academic efficacy or the higher the happiness in school learning, the higher the mathematical competencies. Third, the direct effect of learner-centered instruction and overall feedback on mathematical competencies was not significant, but the direct effect of individual feedback was statistically significant. Fourth, looking at the indirect effects, the indirect effects of academic efficacy were all significant in the relationship between learner-centered instruction, overall feedback, and individual feedback and mathematical competencies. However, the indirect effect of happiness in school learning was significant only in the relationship between learner-centered instruction and overall feedback and mathematical competencies. Finally, the implications and limitations of this study were discussed. 최근 교실 수준에서 학생의 성장과 교수-학습 개선에 도움이 되는 수업과 평가가 강조되고 있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학생의 성장을 강조하는 수업 및 평가에 초점을 두어, 학습자 중심 수업 및 피드백과 학생의 정의적 및 인지적 성취와의 구조적 관계를 탐색하였다. 구체적으로 정의적 성취에는 학업적 효능감과 학교 학습에서의 행복감에 초점을 두었으며 인지적 성취는 수학교과역량을 포함하였다. 대구교육종단연구의 중학교 패널 3차년도 자료를 활용하여 구조방정식모형 분석을 실시하였으며, 분석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학습자 중심 수업과 전체 피드백은 학생의 정의적 성취에 정적인 영향을 주었으나, 개별 피드백은 학업적 효능감에 부적인 영향을 주었다. 둘째, 학업적 효능감이 높거나 학교 학습에서의 행복감이 높을수록 수학교과역량이 높았다. 셋째, 수학교과역량에 대한 학습자 중심수업과 전체 피드백의 직접효과는 유의하지 않았지만, 개별 피드백의 직접효과는 통계적으로 유의하였다. 넷째, 간접효과를 살펴보면, 학습자 중심 수업, 전체 피드백, 개별 피드백과 수학교과역량의 관계에서 학업적 효능감의 간접효과는 모두 유의하였지만, 학교 학습에서의 행복감이 갖는 간접효과는 학습자 중심 수업, 전체 피드백과 수학교과역량의 관계에서만 유의하였다. 이 결과를 바탕으로 교실 환경에서 학생의 성장을 위한 수업과 평가 실제에 대한 시사점을 제안하였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