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전시 국민생활안정 유지방안

          길병옥,Kil, Byung-Ok 대전대학교 군사연구원 2007 군사학연구 Vol.5 No.-

          Government duties in the cases of crisis are aimed at supporting efficient military operations in the fields of non-military affairs and resource mobilization, maintenance of government functions, and search for the public security of living during the war. In crisis, the government must change its functions into the total-war system with all resources available for the efficient performance of military operations, war economy, public safety and security as well as government continuance. The main contents of "Chung-Mu Plan" include the alternative measures to control the circulation of life necessities, emergency electricity, water and gas; recover public facilities from the disaster; and accommodate the wounded and refugees. Governments have practiced Ul-chi and ChungMoo exercises to improve government's management capabilities and master standard operating procedures including systematic distribution plans in the national and local level. However, such plans have not yet sufficient enough for the maintenance of public security of living. In addition to the conceptual ambiguity, major problems are the inappropriate system of the war economy, legal institutions, and administrative SOPs for the efficient maintenance of it. Thus, for the betterment of national crisis management system, the government should have the manual stated from every step and level dealing with crisis to the legal institutions. It is important to empower the National Emergency Planning Commission for the policy consistency and efficient/effective implementation. The comprehensive plans must have an integrated cooperative system of the central/local governments, military and civil society with actual practices and exercises for the maintenance of the public security of living.

        • 탈냉전 시대 미국의 대한반도 정책: 동향과 전망

          길병옥 ( Byung Ok Kil ) 국방대학교 안보문제연구소 2004 국방연구 Vol.47 No.1

          미국식 일방주의를 통한 국제질서의 재편, 대테러국제연대 그리고 국익의 극대화라 집약할 수 있는 현재의 국제정세 동향은 군사, 정치 및 경제적 측면에서 그 체제적 현상을 설명할 수 있다. 특히 동북아 국제정세는 미국 주도의 군사적 단극, 지역에서의 강대국들간의 대립과 갈등이 예기되는 정치적, 외교적 다극 그리고 경제적으로는 협력적 다극체제를 유지하고 있다. 이는 앞으로의 국제정치 동향이 이중적 양면성을 띠는 패턴으로 전개될 것이라는 점을 시사한다. 현 시점에서 미국의 대외정책은 외교목적/목표에서 국가지상주의(nationalism) 및 결연주의 (resolute diplomacy), 국제이념 면에서 미국식 국제주의(American internationalism), 국제적 분쟁 개입유형에서 일방주의(unilateralism), 개입명분 면에서는 전략적 국익주의(strategic nationalism)로 요약할 수 있다. 본 연구는 이러한 동북아 국제상황 및 미국의 대한반도 외교·안보·국방정책의 변화와 흐름의 체계적인 분석을 통해 한국의 정책방향을 재정립하고 우리의 독자적인 대외정책을 확립해야 한다는 차원에서 제기되었다. This inquiry demonstrates the future tasks and directions of South Korea`s security policy contemplated to meet the challenges and obstacles in international politics. Analysing the impact of the changes in Washington`s strategic posture and military strategy, as the sole hegemonic power, over the past decade, it suggests that a comprehensive ROK -US security alliance is necessary. It is also important for South Korea to maintain "the principle of peaceful settlement through diplomatic negotiation" to resolve the problem of nuclear proliferation and encourage US-DPRK talks, possibly with supports from various international organizations and exchange of special envoys. South Korea should also take an initiative to lay down a groundwork upon which the principle, direction and boundary of the future ROK-US and North-South Korean relationships are to be founded to establish peace and prosperity in Northeast Asia. This paper also urges to develop reliable, secure and strong military forces that fit to South Korea`s current and future geopolitical situation.

        • KCI등재
        • KCI등재

          한국의 해양안보전략과 다자안보협력 증진방안

          길병옥 ( Kil Byung Ok ) 배재대학교 한국-시베리아센터 2020 한국시베리아연구 Vol.24 No.3

          최근 동북아 지역정세에서 주목할 만한 부분이 해양에서의 패권경쟁이다. 특히 중국의 급격한 국력증강과 과기강국(科技强國)에 의한 화평굴기(和平屈起) 전략이 대외정책에서 공세적으로 변화된 모습을 보이고 있고 이에 대응하려는 주변국들의 외교정책과 중국의 부상을 견제하여 패권을 유지하려는 미국의 아시아 회귀 및 재균형 전략이 혼재되어 발생하고 있다. 한국의 강력한 동맹국인 미국과 다자안보협력 증진의 주요 파트너인 중국이 해양패권을 위한 경쟁 내지는 충돌하는 상황에서 한국은 양자동맹과 다자협력을 동시에 추진하진 해야 하는 어려움이 있는 것이 사실이다. 현재의 상황에서 한국이 선택 가능한 해양안보정책 방향은 ①한·미동맹 발전 우선 다자안보협력 증진 참여 ②한·미동맹 발전 및 다자안보협력 증진 동시 추진 ③다자안보협력 증진 우선 한·미동맹 유지 등 세 가지 가운데 하나로 보인다. 한국이 처한 안보환경 상 가장 이상적인 방향은 공동번영과 평화유지 차원의 동맹과 협력의 공진화(共進化, coevolution)이지만 안보환경과 지역 국가들간의 패권경쟁과 국익추구 등의 이해관계가 복잡하게 얽혀있어 한국은 선택적 차원에서 심도 있는 전략적 판단과 분석이 요구된다. 본 연구는 한국이 그동안 추진해 온 한·미동맹과 관련된 군사외교활동, 다자안보협력 증진의 방안으로서 주변국과의 군사외교활동, 다자안 보협력기구와의 군사외교활동 등에 대한 통시적 분석을 시도한다. 한국의 다자안보협력 군사외교활동은 미·중 패권경쟁의 일환으로 진행되고 있는 갈등으로 인해 전략적 선택에 제한을 받고 있다. 따라서 향후 해양분쟁요인 중 군사적/비군사적 분쟁요인과 전통적/비전통적 분쟁요인에 대한 분석과 지역 정세변화에 대한 면밀한 고찰을 통해 우리의 정책적 대안을 마련하는 것이 방향이다. 한국은 미국을 포함하여 전략적 해양동맹 및 협력체제를 구축하고 동맹의 다변화를 추진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한다. Recently, a noteworthy part in the Northeast Asian regional politics is a competition for the hegemony in the sea. In particular, there are complexities with China’s rising strategy through peace and stability, by way of abrupt state building and strong nation on the basis of science and technology, portrayed in a way that is aggressive and in respective neighboring countries’ foreign policies and the US, maintaining hegemony, retrospective and re-balancing strategy toward Asia aimed at prohibiting China’s rising. In the midst of the US and China struggling for the maritime hegemony, South Korea has limitations in promoting both alliance and multinational cooperation at the same time. The former is a powerful alliance and the latter is a major partner of multinational security cooperation to South Korea. In the current status, a selectable direction for the maritime security policies is one of the following: ①ROK-US alliance first and participating multinational security cooperation, ②promoting ROK-US alliance and multinational security cooperation simultaneously, and ③multinational security cooperation first and maintaining ROK-US alliance. The most ideal direction is a coevolution of alliance and cooperation in the dimension of co-prosperity and peace maintenance, but South Korea needs to have a thoughtful strategic judgment and analysis due to the complexities of security environment and regional powers’ coercion forcing South Korea to select policy options. This inquiry attempts to have a longitudinal research on the military diplomacy activities with regard to the ROK-US alliance, multinational security cooperation, and multinational security institutions. South Korea has been faced limitations in selecting policy strategies for the multinational security cooperation because of the struggles competing for the hegemony between the US and China. Thus, a policy direction lies in the preparation of possible alternatives through a scrupulous and careful review on the changes of regional security politics as well as analysis on the military/non-military and traditional/nontraditional conflict factors in the future. This study stresses on the promotion of a strategic maritime alliance and cooperation system including the US and diversification of alliance mechanism.

        • KCI등재
        • KCI등재후보

          국가 위기관리체계 확립방안 및 프로그램 개발에 관한 연구

          길병옥(Kil Byung-ok),허태회(Huh Tae-Hoi) 한국국제정치학회 2003 國際政治論叢 Vol.43 No.1

          최근 위기관리분야에 대한 연구경향은 전통적 위기관리의 개념이나 군사ㆍ안보적인 차원을 넘어 다양하고 포괄적인 범주의 위기관리에 연구와 관심이 집중되는 양상을 나타내고 있다. 국가위기관리는 위기경보, 위기통제 및 위기해결의 단계 모두에 걸쳐 고조된 긴장과 갈등을 완화하는 것과 위기의 근원을 찾아내어 사전에 방지하고 제거하는 제반활동을 포함한다. 하지만 문제점은 국가위기관리관련 범정부 차원에서 대처해야 할 국가안보 및 위기관리체계가 아직 정립되어 있지 않다는 점이다. 따라서 효율적이고 원활한 위기관리능력 제고를 위해 중앙정부차원의 위기관리관련 법적 제도, 종합능력, 조정절차, 구성, 기능 및 업무수행 면에 대한 보완대책을 강구해야 한다. 본 연구는 국가위기관리체계의 확립을 위해 국가안전보장회의의 기능과 역할을 확대ㆍ개편하고 여기에 통합경보센터의 연결망 구축을 제안한다. 더불어 우리 현실과 미래상황에 적합한 위기관리 프로그램의 개발을 촉구한다. Recent theoretical inquiries on the crisis management and its program development have shown some tendencies studying more on the multifaceted and various categories of national crisis than on the traditional military and security areas. National crisis management means that it alleviates the elevated tensions and conflicts, eliminates the sources of crisis, and prevent the crisis situation in advance throughout the crisis warning, control and solution phases. But the problem is that the national crisis management system is not yet established to perform such functions mentioned above. This inquiry suggests to expand and reform the current system of the National Security Council via reforming legal and functional institutions. It also urges to develop an effective crisis management program that fits to South Korea's current and future geopolitical situation.

        • KCI등재

          국방과학기술과 제도의 공진화를 통한 스마트 국방 실현방안

          길병옥 ( Kil,Byung-ok ) 미래군사학회 2020 한국군사학논총 Vol.9 No.2

          In the national defense industries, problems reside in the shrinking of domestic demands and slumps in exports, accumulated deterioration of management, disparity of national defense technology compared to the advanced countries, and lack of consistency in institutional arrangements. Due to such matters, opinions have been raised for the promotion of national competitiveness overcoming through the institutional coevolution of revolution in military affairs and national defense technology. This inquiry, for the policy alternatives, suggests such institutional and policy arrangements as the establishment of powerful control tower leveled equivalent with advanced countries, organization of “Defense Export Promotion Agency,” institution of “Defense Information Technology Cooperation Center” for the co-prosperity and cooperation of big and small enterprises, local innovation cluster for the export of defense products connected with localities, Techno-Park and defense venture centers, promotion units for the swift acquisition and institutional innovation, fostering policies for small and medium-range businesses, activation of civil-military cooperation project, epochal transformation and simplification of defense R&D procedures, formulation of Global Value/Supply Chain enterance strategy, maintenance of Regional Strategic Post Exporting Defense Industrial Products for the exports in the region, and revitalization of free and competitive institutions for the advancement of high-tech national defense technology. In conclusion, this paper stresses policy alternatives of realizing smart defense and resolving structural problems to furnish consistent paradigmatic changes on the How to Fight in the case of national crisis, How to Win with effective military strategies, and How to Catch-up such advanced countries in the field of defense industries.

        • KCI등재후보

          한반도 평화통일 논의와 비정부기구(NGO)의 역할

          길병옥(Byung-ok Kil),라미경(Mi-Kyoung Ra) 한국정치정보학회 2005 정치정보연구 Vol.8 No.1

          남남갈등은 반세기에 걸친 대북 적대정책에서 탈피하여 탈냉전이후 남북 화해협력의 정책으로 전환되는 시점에서 발생한 보수와 진보세력간의 갈등양태를 의미한다. 문제점은 논쟁의 양상이 너무 비타협적이고 원색적이며 비판을 위한 비판 또는 대안 없는 비판의 수준에 머물고 있다는 점에 있다. 여기에는 대북관을 비롯하여 외부위협인식 통일관 한ㆍ미안보동맹 및 동북아 주변국들과의 대외협력관계 등에 대한 인식적인 면을 비롯하여 평화번영을 달성하는 방법 또는 수단, 절차 및 과정에 있어서의 차이점을 포함한다. 국내외적 논란의 핵심은 주로 대북 및 통일정책의 추진방향, 원칙, 속도, 방법 및 범위 등에 산정되어 있다. 하지만 대내외적으로 정책적 또는 이념적 문제제기에도 불구하고 한 가지 공감대가 형성되고 있는 것은 동북아 평화정착을 위한 바람직한 방향이 동북아 평화와 공동번영을 건설하는데 있다. 그 동안 대북화해협력을 활성화하고 동북아 평화번영을 구축하는데 있어서 시민 사회단체, 비정부기구 등은 주요 정책적 논의의 대상이 되기도 하였지만 정책의 문제제기에서부터 대안제시에 이르기까지 핵심주체로 부상하여 왔다. 비정부기구가 추진해 나가야할 방향과 정책참여의 방법 및 범위 등에 대한 논란이 일고 있는 것은 사실이나 정책결정의 과정상 의제의 제안자(issue-maker), 조정자(coordinator), 균형자(balancer) 및 견제자(checker)로서의 그 중요성이 강조되어 왔다. 특히, 통일 및 남북 교류협력의 활성화를 위해 비정부기구를 적극 활용하는 방안은 남북한 관계에 있어서 긍정적 효과가 상당히 크게 작용하였다. 따라서 국민적 합의기반 확대를 위해서는 정부와 민간의 역할분담이 절실히 필요하고, 남북화해와 협력시대에 걸맞는 법과 제도를 정착시키도록 노력해야 한다. 더불어 국민적 합의기반을 확대하기 위해 시민사회단체들은 상대방의 의사를 존중하고 공생하는 관용의 문화를 정착시켜야 하겠다. This study problematizes the South-South struggles occurred in implementing sunshine policy of the Kim Daejung administration and peaceful prosperity policy of the current Roh Moohyun administration. Problems reside in the differences between reformers and conservatives on the issues of external threat perceptions, security alliance with the U.S., South-North Korean relations. and international cooperation with neighboring countries in Northeast Asia. They also differ in the methods and procedures reaching the goal of peaceful prosperity. But one thing. shared among them, is that a desirable direction is to make peace and common prosperity in Northeast Asia. For the last decade, non-governmental organizations(NGOs). emerged as major policy actors. have played significant roles from initiating policy agendas to suggesting policy alternatives vis-a'-vis South-North relations. Positive effects of NGOs, performed as issue-makers, coordinators, balancers and checkers. are ubiquitous, especially in the policy decision-making process. To make consensus among the general public and expand shared views on the government policies toward North Korea. NGOs need to establish a public communication center institutionalized with tolerance, respect and co-existence.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