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인구이동과 지역발전 : 한국에서의 인적자원 유출

          권상철 한국도시지리학회 2001 한국도시지리학회지 Vol.4 No.1

          지역발전을 위한 정책은 다양하게 추구되어 왔으나. 최근의 논의에서는 인적자원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인적자원은 물적자원과 달리 유연적 생산, 학습지역의 새로운 경제상황에서 더욱 중요하게 고려되고 있다. 그러나 인적자원은 지역간의 지리적 이동이 비교적 쉽게 이루어지며, 사회적으로 선별적인 이동 양상을 보이기에 지역간 불균등 발전을 유발하는 요인으로 고려될 수 있다. 한국의 경우 수도권의 과도한 성장과 주요 기능의 집은 질의 인적자원을 흡입하여 주변지역의 낙후를 유발하는 요인으로 두뇌유출을 고려할 수 있다. 수도권으로 이주한 사람들의 사회경제적 속성을 분석한 결과 대다수는 젊은 경제활동 인구층이며 대학교나 대학원 재학 또는 졸업의 학력을 보이고 있다. 수도권 이주자들은 재학생의 경우 지방 거주자에 비해 대학교 이상, 취업자의 경우 생산자 서비스 분야의 전문직종에서 높게 나타나고 있다. 따라서 한국의 지역간 인구이동은 수도권지역으로의 두뇌유출을 포함하고 있음을 보여준다. Regional development policies have taken divergent strategies to achieve national economic growth and balanced development for the peripheral regions. Human capitals recently gain attention over previous emphasis on physical investment in the era of flexible production and knowledge based economy. However, the relatively mobile and socially selective character tends to bring biased regional distribution of human capitals. In particular, the geographic concentration of selective human capital in the capital region could bring wider center and peripheral regional differentiation termed internal brain drain mostly used for the case of international migration. Empirical examination of the migrants socioeconomic characteristics to the capital region reveals that they are mostly economically active age group with university or graduate school educational backgrounds moved for higher education and professional jobs. It suggests that brain drain is involved in the inter regional migration flows widening the polarized spatial economy of Korea.

        • KCI우수등재
        • KCI우수등재
        • KCI우수등재
        • KCI등재

          해외봉사활동의 양면성과 도전: 봉사여행과 개발봉사 사이

          권상철 한국지리학회 2018 한국지리학회지 Vol.7 No.3

          International volunteering has been increased to the regions in the developing countries mostly by young participants. It began during the 1950s with students from the developed countries who volunteered for developing the newly independent countries and became popular with governmental supports. Since the 1980s, private and NGO led voluntourism became prevalent in the form of commodified volunteering under the neoliberal circumstances. The individual experience and career seeking goals pay little consideration to the foreign partners and destinations. Rather participants expose attitudes to be neocolonial disparaging the poor conditions of developing regions. The youth international volunteering has advantages being able to have close contacts and cross-cultural exchanges with local partners. Perceptional and attitudinal change from compassion to global justice is prerequisite to establish reciprocal relationship leading to trust and intangible outcomes beneficial both to the participants and partners. The outcomes would be enhanced by accumulating the local understanding and knowledge of developing countries and the mutual benefits keep the relationship sustainable. 최근 급격히 증가한 해외봉사활동은 청년층이 주류를 이루며 대다수 개발도상국 지역에서 이루어진다. 1950년대 초 신생 독립국가의 빈곤 문제를 줄이기 위해 선진국 대학생이 개발도상국에 파견되며 시작된 해외봉사활동은 여러 국가에서 정부 차원의 봉사단을 만들며 본격화된다. 그러나 1980년대 신자유주의의 확대로 해외봉사활동은 민간 주도로 이루어지며 여행으로 상품화된 성격을 보이며 신자유주의, 신식민주의적 양상으로 전개된다는 비판을 받는다. 해외봉사활동의 목적을 개발봉사와 봉사여행으로 구분해 보면, 단기봉사인 경우 참가자 개인의 경험과 이력을 위한 활동으로 개발도상국에 대한 이해와 관심 없이 참가하는 경우가 많아, 대상 지역 사회에 혜택을 주기보다 오히려 동정과 우월감을 드러내는 신식민적 태도를 기르는 활동이 될 수도 있다. 대학생 해외봉사활동은 개발도상국 지역에서 주민과 직접 교류하며 상호 문화 이해와 개인 간 관계와 신뢰를 구축하는 기회로, 동정에서 글로벌 정의의 안목을 키우고 참가자들이 자신들의 입장보다 지역 주민을 중심에 두는 활동은 무형의 성과로 이어질 수 있다. 이러한 성과는 상호 관계의 중요성 인식과 더불어 개발도상국 지역 이해를 위한 노력을 기울일 때 더욱 호혜적이며 지속가능한 관계로 성장할 수 있을 것이다.

        • KCI우수등재
        • 미국 대도시지역 남미인과 동양인의 주거분화에 대한 재평가

          권상철 서울대학교 지리교육과 1996 地理敎育論集 Vol.36 No.1

          미국의 대도시 지역은 근간 들어 급격히 증가한 이민자들을 수용하며 이들의 적응 양태에 대한 새로운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기존 유럽계 이민자들이 농촌 배경의 낮은 교육과 기술 수준을 가져 산업화에 필요한 값싼 노동력을 제공하였다며, 새 이민자들은 대다수 남미인과 동양인들로 다양한 배경을 가지고 있으며 미국의 경제 상황 또한 변화하고 있어 새로운 적응 양상을 보일 것이다. 최근의 관심은 이러한 남미인과 공양인 이민 집단들이 새로운 사회인 미국의 노동 시장과 주거 환경에 적응하는 다양성에 기울여지고 있다. 이민 집단의 주거 분화에 대한 지배적인 관점은 그들이 낮은 사회 경제적 지위를 가지기에 거주 형태는 다수의 백인과 분리되어 열악한 환경에 집중된 주거 형태를 보이고, 주거 분화 또는 집중은 그들의 경제적으로 성공적이지 못한 적응이 공간적으로 표출된 것으로 간주되어왔다. 이러한 관점이 실증적인 거주 분화 지수 연구의 근간을 이루고 있다. 본 논문은 새 이민 집당의 거주 양태에 대한 재평가를 시도하고 있다. 우선, 기존의 연구에서 그다지 강조되지 않은 거주 분화의 자의적/타의적인 성격을 변화하는 미국의 상황과 결부시켜 남미인과 동양인의 거주 특성을 살펴보았다. 이를 위하여 최근의 2가지 양상에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첫째는 외곽 지역의 주거 집중이 두드러지는데 이는 대도시 지역 경제의 공간 변화, 대표적으로 교외화하는 취업 기회를 쫓아 집중 거주하는 것으로 보아야 한다는 것이다. 둘째는 도심 주변의 전통적 거주 집중지가 유지·확대되는 것은 단순히 그들이 경제적 지위를 향상시키지 못한 것이 아니라 거주 집중과 더불어 취업 기회를 제공하는 기능을 수행하기 위하여 의식적으로 유지하고 있다고 보아야 한다는 것이다. 최근 대도시 지역의 공간 변화로 나타나는 도심 주변과 외곽 지역의 이민 집단 거주 집중은 단지 새로운 환경에의 적응에 성공적이지 못한 형태가 아니라 도시 구조가 산업 분야와 공간적으로 변화하는 상황에 적응하고 있는 형태로 이해되어야 할 것이다. 결론적으로 이 글은 이민 집단의 주거 형태에서 지배적으로 나타나는 백인으로부터의 주거 분리 또는 동족 집단의 집중을 기존의 관점에 따른 경제적 적응에 성공하지 못한 결과가 공간적으로 표출된 것으로 간주하여 단순히 주고 분리의 정도를 논할 것이 아니라, 도시 구조가 다양하게 변모하는 대도시 상황에서 다양한 적응 양식으로 집중된 주거 양상을 경제적 적응과 연계시켜 이해하는 시각이 필요함을 제시하고 있다.

        • KCI등재

          지역노동시장 관점에서의 한국 도시지역 특성화와 실업에 대한 맥락적 분석

          권상철 한국도시지리학회 1999 한국도시지리학회지 Vol.2 No.2

          본 연구는 실업에 대한 기존의 다양한 접근 방법들은 지역노동시장 관점에서 포괄하고 실증적으로 실업의 지역차에 대한 분석을 시도하였다. 한국의 도시노동시장 특성화는 산업과 직종의 분절로 본 취업자 분포를 주성분 분석을 통하여 도시지역을 차별화 하였는데 4개의 단면으로 구분되었다. 이들 단면들은 노동의 공간분화를 보여주는 것으로 직종보다는 산업부문에 따른 도시지역의 차별화를 나타내었다. 각 도시지역의 요인점수는 개인의 실업과 취업에 대한 로지스틱 회귀분석에 개인의 인적자원으로 교육, 나이, 성별과 더불어 포함되었다. 분석 결과 개인의 실업 확률은 개인의 인적자원과 도시노동시장 특성에 의해 영향을 받으며, 특히 개인의 인적자원이 실업에 미치는 영향이 도시노동시장 특성에 의해 변화됨을 보여 주었다. 따라서 본 연구는 실업에 대한 개인차원, 국가차원, 그리고 산업과 직종별 분절의 차원에서 접근되던 기존의 연구에 더하여 지리적 관점의 접근이 필요함을 강조하였다. Local labor market perspective provides an important insight to understand local unemployment differentials elaborating previous individual human capital and structural labor market segmentation approach. Using individual data drawn from the 1995 census l0 percent samples, urban labor markets are characterized by the geographical clustering and separation of the industrial and occupational segments summarized from the principal component analysis. Logistic regression analyses were then carried out to estimate the probability of individual unemployment including individual human capital such as sex, age, and years of education and the component scores derived from the previous analysis. Results reveal that individual unemployment is affected by individual human capital as well as urban areas differentiated labor market structure. In particular, urban labor market structure conditions the role of individual human capital to unemployment, thus varying across urban areas. These findings suggest that we should pay more attention to the unemployment differentials across urban areas beyond the national, individual, and segmented labor markets themselves.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