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 가족생활주기에 따른 주거소비와 주거이동

          곽인숙 又石大學校 1989 論文集 Vol.11 No.-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se the influence of family life cycle on the pattern of housing consumption and residental mobility. For this purpose, 956 housewives were sampled from the households in Seoul. The data were analysed by such statistical methods as crosstabulation, X^2-test, and T-test. The main results obtained are as follows. 1. The majority of significant difference occur between stage 1 and 2 in housing consumption(persons per room) because the arrival of children. 2. Between stages 2 and 3 we find significant differences. The existence of school children increase in number of room, persons per room and housing satisfaction. 3. Between stages 3 and 4, 4 and 5, 5 and 6 we find few significant difference. The development of children does not generate an increase in number of rooms and persons per room. 4. In stage 4, the family consider good schools and education environment seriously to chose their residential location. In further study it should be analyse that influence of household income and wealth on housing comsumption and residential mobility over the family life cycle.

        • 대학생의 환경의식과 자아분화수준이 환경관리행동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곽인숙,송요숙,김태년,김경애 우석대학교 자원개발연구소 1996 자원개발연구소논문집 Vol.1 No.-

          The purposes of this study Were 1)to investigate the level of environmental conscious ness and environmentally management behavior. and 2)to identify the influencing variables and causal relationship. Data were collected from questionnares with 361 male and female students who were in the Woosuk University. The major findings were as follows : (1)The level of environmentally management behavior was relatively high and differed significantly according to sex, level of seif differentiation and satisfaction of life. (2) level of self differentiation environmantal consiousness. disposition of innovation, family income, and satisfaction of life had positive effects on the level of environmentally clothing management behavior.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노인과 예비노인의 가정건강성과 행복에 관한 연구

          곽인숙 대한가정학회 2013 Family and Environment Research Vol.51 No.1

          본 연구에서는 예비노인과 노인의 행복함과 가정건강성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들의 상대적인 영향력을 규명하고, 두 연령 집단간에 어떠한 차이를 보이는가를 규명하고자 하였다. 연구의 주요결과를 요약하면 첫째, 행복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요소로 건강을 선택한 경우가 1095명(66.6%), 다음으로 돈이 16.1%, 일(직업)이 5.0%, 자녀는 4.7%, 배우자가 4.4%, 가정생활이 2.6%로 나타났다. 1순위로 건강을 중요하다고 생각한 66.6% 중 2순위로 돈이 중요하다고 선택한 경우가 전체의 28.6%로 가장 많았다. 우리나라 50대 이상의 성인들은 행복의 요소에서 건강과 돈이 중요하다고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젊을수록 일과 돈을 행복의 중요요소로 생각하는 반면 연령이 많을수록 건강과 함께 자녀나 배우자를 행복결정에 더 중요한 요소로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가정의 건강성은 여성보다 남성이, 예비노인(50-64세)이 노인(65세 이상)보다, 배우자가 있는 경우, 자녀가 있는 경우 가정의 건강성이 높았다. 거주지가 읍면지역인 경우 가장 건강하다고 평가했으며, 다음으로는 대도시지역, 중소도시거주자의 순이었다. 월평균가계소득이 많을수록, 교육수준이 높을수록, 주관적 경제상태와 건강상태가 양호할수록 가정의 건강성이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행복의 중요 요소에 따라 가정건강성은 집단간 차이를 보여 1순위 일, 2순위 건강을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경우 가정건강성 수준이 가장 높았으며, 건강 1순위, 돈 2순위로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경우와 돈을 1순위, 건강을 2순위로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경우도 가정건강성 수준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행복의 수준은 남성이 높고, 예비노인이 노인보다 높았다. 월평균가계소득이 많을수록, 교육수준이 높을수록, 주관적 경제상태와 건강상태가 양호할수록 행복의 수준이 높은것으로 나타났다. 행복의 중요요소에 따른 행복의 정도는 집단간에 차이를 보여 1순위 일, 2순위 건강을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경우 행복의 정도가 가장 높았으며, 돈을 1순위, 건강을 2순위로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경우 행복의 정도가 가장 낮았다. 행복의 수준은 거주지역, 배우자유무, 자녀유무에 따라서는 유의적인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셋째, 예비노인의 가정건강성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는 건강상태의 영향력이 가장 컸으며, 건강상태가 양호할수록 가정건강성의 수준이 높았다. 다음으로는 주관적 경제상태를 높게 생각할수록, 배우자가 있을 경우, 교육을 많이 받을수록, 거주지는 읍면지역보다는 중소도시에 거주할 경우 가정건강성이 높았으며, 행복의 중요 요소 중 건강과 가족, 가정생활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경우 가정건강성이 높아졌다. 넷째, 노인의 가정건강성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는 주관적 경제상태의 영향력이 가장 컸으며, 경제상태를 높게 생각할수록 가정건강성의 수준이 높았다. 다음으로는 건강상태가 양호할수록, 월평균 가계소득이 많을수록, 배우자가 있을 경우 가정건강성이 높았다. 그러나 행복의 중요 요소는 유의적인 영향요인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섯째, 예비노인의 행복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는 가정건강성의 영향력이 가장 커서, 가정건강성이 양호할수록 행복수준도 높았다. 다음으로는 주관적 경제상태가 높을수록, 행복에서 건강과 일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경우와 건강과 가족, 가정생활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경우 행복의 수준이 높았으나 거주지역은 중소도시보다 읍면지역에 거주할 경우 행복수준이 높았다. 배우자유무와 성별의 영향은 가정건강성을 통한 간접적인 영향만 있었다. 여섯째, 노인의 행복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는 가정건강성이 가장 컸으며, 가정건강성이 양호할수록 행복수준도 높았다. 다음으로는 주관적 경제상태가 높을수록, 건강상태가 양호할수록 행복했으며, 거주지역은 대도시보다 읍면지역에 거주할 경우 행복수준이 높았다. 이상의 노인과 예비노인을 비교한 결과를 보면 이들 집단은 과거의 경험도 다르고 현재의 경제상태나 행복에 대한 의식, 행복의 중요 요소도 다르므로 연구의 결과는 미래의 노인복지에 대한 방향 설정에 참고가 될 수 있을 것으로 생각된다. 노인과 예비노인의 비교결과를 중심으로 결론을 제시하면, 첫째, 예비노인이 노인보다 가정건강성의 수준도 높고, 행복의 수준도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예비노인이 더 젊고 현재의 노인세대보다 교육수준도 높고 경제적 능력이 양호하고, 현재 직업을 가지고 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인 것으로 해석할 수 있다. 그러나 이들 예비노인이 노년기에도 지속적으로 가정건강성과 행복의 수준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개인의 노력과 사회적 지원이 요구된다. 특히 예비노인들은 다른 세대보다 일에 대한 의욕이 강하고,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은 편이지만 노후 대비의 수준은 개인 편차가 큰 것으로 조사되었다[48]. 따라서 예비노인들은 조기 퇴직으로 인해 일할 기회의 상실이 우려되며, 부모봉양과 자녀교육비 부담으로 인해 은퇴대비 노후설계가 부족한 집단[15]에게는 경제적 소득을 위한 일자리 창출과 같은 고용정책의 추진이 가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the relative influence of various characteristics that affect the happiness and family strength of pre-elderly and the elderly. This study also shows the differences between the two age groups. The National Survey of Korean Families has been done by the Ministry of Equality and Family on 2010. Respondents selected from national survey were 1016 pre-elderly and 629 elderly.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66% of the respondents chose health as the condition is being the important elements of their happiness following money, work (job), children, spouse and family life. Second, the group of people considering work and health as important elements of their happiness is happiest, but the group considering money and health as the important elements of their happiness feels a lower level of happiness. Third, the pre-elderly chose health as the most important condition, but the elderly chose subjective economic condition, among the factors affecting family strength. Fourth, family strength affects most on in regard to the happiness of pre-elderly and the elderly. Next, the more they are financially stable, physically healthier and living in rural areas, they feel the happier they feel. Based on the results of this study, further studies are needed to determine components of family strength that both pre-elderly and the elderly consider as important elements of their happiness. Support programs for the elderly without a spouse will increase the well-being of the elderly.

        • KCI등재

          노인의 주거공간 개조의사에 관한 연구

          곽인숙,Kwak, In-Suk 한국가정관리학회 2009 한국가정관리학회지 Vol.27 No.6

          This study is focused on the residential spaces that the elderly wish to renovate and their willingness to improve residential environment as they grow old. The analysis shows, first, the most inconvenient places as they grow old are the stairs, following by the toilet and the bath. Second, the place that the elderly most wish to renovate is the floor, upgrading floors with non-slippery materials. And they wish to remove the height differences on the floor to protect them from tripping over, upgrade the floor plan for their convenience and renovate the storage and working spaces at the kitchen and dining areas. The more the government supports the costs of the residential renovation service, the more the elderly are willing to use the renovation service. The factors influencing their willingness to residential renovation are health, residential environment, experience to accidents and their allowances. The elderly who experienced accidents inside their residence are more willing to renovate their house. Even though the elderly wish to renovate their houses, it's not carried out due to the financial difficulties and the lack of information. Thus, the government should share the useful information about residential renovation for the safety of the elderly and find a way to raise money to cover the costs of the renovation.

        • 중화상 환자들에서 비선형 혼합효과 모델을 이용한 프로포폴의 인구약동학

          곽인숙 대한마취통증의학회 2007 Anesthesia and pain medicine Vol.2 No.4

          Background: Major burns can alter the pharmacokinetics of the commonly used drugs during the perioperative period. This study was carried out to define the population pharmacokinetics of propofol in the burned patients during the subacute hyperdynamic phase of the injury. Methods: Twenty adults, aged 43.7 ± 2.3 years, with total body surface area burn of 44.0 ± 22.2%, were examined at 14.1 ± 2 days after the injury (mean ± SD). Age and sex gender matched unburned patients served as controls. Propofol 2 mg/kg was given intravenously over 10 seconds as a single bolus in both groups. Blood samples (n = 20) were collected at predetermined intervals. Nonlinear mixed effect modeling was used for the pharmacokinetic analyses of the propofol concentrations, which were determined by HPLC. The cardiac index was measured by esophageal echocardiography. Results: The burns patients had a significantly higher cardiac index (CI). Propofol population pharmacokinetics has shown that clearance (Cl) and total volume of distribution (Vd) of propofol were higher in the burned patients. The significant model influencing covariates are the history of burn injury, extent of the injury and body weight. Conclusions: There is a large increase in Vd and Cl in the burns patients compared to with the controls. Therefore, the initial bolus dose and short duration infusion may have to be increased in the burns patients, provided the pharmacodynamic sensitivity is unaltered.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