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원문제공처
          펼치기
        • 등재정보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영역 기반 영상 검색을 위한 다중클래스 피드백 알고리즘

        고병철,남재열,Ko Byoung-Chul,Nam Jae-Yeal 한국정보처리학회 2006 정보처리학회논문지B Vol.13 No.4

        본 논문에서는 영역기반 영상검색의 성능 향상을 위한 피드백 알고리즘으로 다중 클래스를 갖는 확률적 신경망(Probabilistic Neural Networks)을 이용한 방법론을 제안하고 이를 영역기반 영상 검색 시스템인 FRIP(Finding Regions In the Pictures) 시스템에 적용하였다. 본 논문에서 제안하는 피드백 알고리즘은 특정 벡터가 독립적이라는 가정을 할 필요가 없으며 보다 상세한 분류를 위해 추가적인 클래스들을 추가할 수 있도록 허용하고 있다. 또한 단지 4개 층(layer)만을 가지고 있음으로 학습을 위한 계산시간이 적게 든다는 장점이 있다. 추가적으로 다음단계에서의 성능 향상을 위해 분류 단계에서 사용자의 이전 피드백 행동을 모두 히스토리(history)로 모두 기억시켜 놓고 다음 단계를 위한 가중치 학습을 위해 사용하도록 한다. 히스토리를 사용함으로써 제안하는 알고리즘은 사용자의 주관적 의도를 보다 정확하게 파악 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학습을 위해 이전 단계만을 사용 했을 때 발생할 수 있는 성능 감소를 막을 수 있다. 본 논문에서는 Corel-photo CD에서 3000장의 자연 영상을 무작위로 추출하여 기존의 방법론들과 제안하는 방법론의 성능을 측정하여 본 논문에서 제안하는 방법론이 성능이 우수함을 증명하였다. In this paper, we propose a new relevance feedback algorithm using Probabilistic Neural Networks(PNN) while supporting multi-class learning. Then, to validate the effectiveness of our feedback approach, we incorporate the proposed algorithm into our region-based image retrieval tool, FRIP(Finding Regions In the Pictures). In our feedback approach, there is no need to assume that feature vectors are independent, and as well as it allows the system to insert additional classes for detail classification. In addition, it does not have a long computation time for training because it only has four layers. In the PNN classification process, we store the user's entire past feedback actions as a history in order to improve performance for future iterations. By using a history, our approach can capture the user's subjective intension more precisely and prevent retrieval performance errors which originate from fluctuating or degrading in the next iteration. The efficacy of our method is validated using a set of 3000 images derived from a Corel-photo CD.

      • KCI등재

        중국 상해의 교민과 한국종교

        고병철(Ko Byoung-chul) 한국학중앙연구원 2010 한국학 Vol.33 No.3

        본고의 목적은 상해시인민정부의 종교정책과 교민들의 종교 활동을 살펴보고, 한국종교가 상해 지역에서 당면한 현실을 진단하면서 그 미래를 전망하는 데에 있다. 이는 교민들의 종교활동에 대해 학문적으로 대상화하는 계기를 마련하는 작업이기도 하다. 그에 따라 제2장(상해시의 종교정책과 현황)에서는 상해시의 정치권력구조, 상해민족종교사무위원회의 종무행정 업무, ?상해시종교사무조례?, 상해시 중국종교의 현황 등을 검토하였다. 제3장(상해시의 한국종교)에서는 현지조사와 인터뷰를 통해 상해시의 한국종교에 대한 현황, 교민들의 종교생활과 문제 등을 살펴보았다. 제4장(상해시 한국종교의 미래)에서는 상해시의 한국종교의 주요 과제를 지적하고, 네 가지 지점에서 그 미래가 달라질 수 있음을 전망하였다. 그 내용은 상해시 종교정책의 원칙과 적용에 대한 이해 정도, 교민사회에 대한 적응 정도, 상하이총영사관과의 소통 정도, 상해시 민종위 및 공안기관 종교담당자들과의 소통 정도 등이다. 중국 정부는 현재까지 5대 종교만 인정하는 ‘공인교 정책’을 취한다. 그 속에서 ‘정통’을 전제한 ‘사이비’나 ‘이단’ 등의 수식어들이 유행한다. 그 속에서 교민들은 감시의 시선을 의식하고 있는 상황이다. 그렇지만 종교 문제에 대한 중국 정부의 유연한 대처 속에서 2,000년대 들어 민족종교, 신흥종교, 민간종교 등의 새로운 개념들이 소개되는 상황이다. 이러한 새로운 움직임들이 향후 중국의 종교 담론, 공인종교정책 등에 개방적 측면의 변화를 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그리고 상해시의 개방 정도가 높아지면서 교민사회의 경제적ㆍ문화적 역량이 확대된다면 교민들의 종교 활동에 대한 제약도 점차 약화될 것으로 보인다. The purpose of this article is to prospect the future of Korean religions through examining the present of religious lives of overseas Korean in Shanghai government`s policies for religions. I hope the article served as a timely reminder of just how important researching religions of overseas Korean can be in Korean histories of religions. To achieve these purposes, in chapter 2, in the title of ‘religious policy of Shanghai government and present condition of Chinese religions’ I analyze d structure of political authority in Shanghai government, affaires for religions in Shanghai ethnic and religions affaires committee, the regulations forming the basic of affaires for religions, and present condition of Chinese religions. In chapter 3, ‘overseas Korean religions in Shanghai’, I suggested the present condition of Korean religions in Shanghai, and religious lives of oversea Korean through field work and interview. And, in chapter 4, in the title of ‘future prospect of Korean religions in Shangahi’ I proposed four points relating the future of Korea’s religions in Shanghai; understanding of polices of Shanghai government, adaption to oversea Korean society, communication with the Consulate General of the Republic of Korea in Shanghai, and relationship with Shanghai govern ment officials. It is commonly acknowledged that China government’s position on religio ns is to recognize officially five religions-Protestantism, the Catholic Church, Buddhism, Taoism, and Islam. In it, religion and pseudo-religion or heresy is divided. It does, though, beg the question of what religion is about. But the outlook for oversea Korean religions in Shanghai doesn’t look very promising because new concepts including ethnic religion, new religio n, folk religion and so on has introduced to China, and because Shanghai government has made some advances toward more openness.

      • KCI등재
      • 종교철학 분야와 대순진리회의 연구 주제들

        고병철(Ko Byoung-chul) 대순종학회 2021 대순종학 Vol.1 No.-

        이 글의 목적은 종교철학의 맥락에서 대순진리회에 관한 연구 주제들을 탐색하는 데에 있다. 이러한 연구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주요 내용은 종교철학과 그 주제들을 이해하기 위해 종교철학의 학문적 위치와 특징 및 주요 연구 주제들을 살펴보는 부분, 그리고 종교철학 영역에서 발굴할 수 있는 대순진리회에 관한 연구 주제들을 살펴보는 부분으로 구성된다. 이 글은 동일한 현상일지라도 다른 학문 분야 또는 여러 학문 분야를 적용했을 때 연구 주제들이 다양해질 수 있다는 관점에 근거한다. 그리고 이 관점을 토대로 실제로 종교철학의 여러 연구 주제들을 토대로 대순진리회와 관련된 연구 주제들이 다양할 수 있다는 점을 지적하였다. 특히 종교철학 분야의 신관, 인간관, 세계관과 관련된 대순진리회의 연구 주제들을 시론적으로 제시하였다. 또한 대순진리회의 연구 주제들을 개발할 때 종교철학의 학문적 특성을 유지해야 한다는 점도 지적하였다. 여기서 학문적 특성은 특정 종교의 가르침을 보조하는 호교론적 태도가 아니라 종교에 대해 객관적으로 관찰하고 분석하는 태도를 말한다. 향후 대순진리회에 관한 연구 주제들은 종교철학뿐만 아니라 종교학의 여러 하위 분야들을 통해서도 개발될 수 있다. 물론 종교 관광이나 종교 언어 등 주제별 접근 방식도 가능할 것이다. This article aims to explore research topics related to Daesoon Jinrihoe (大巡眞理會) in the philosophy of religion. The main content to achieve this purpose consists of three parts: the academic position and characteristics of philosophy of religion, the main research topics in the philosophy of religion, and the research topics on Daesoon Jinrihoe in the philosophy of religion. This article is based on the view that topics from multiple disciplines can promote new academic researches while making even the surrounding phenomena unfamiliar. According to this point of view, the research topics related to Daesoon Jinrihoe can be diversified through the topics of the philosophy of religion including the perspective of god, human beings, and the world. The academic characteristics of Daesoon Jinrihoe in the philosophy of religion should be maintained when researchers suggest their research topics. In this regard, its characteristic refers to ‘the attitude of objectively observing and analyzing religion, not the attitude of apologetics to support a specific religious teaching.’ In the future, the research topics related to Daesoon Jinrihoe can be discovered not only in the philosophy of religion but also in various sub-fields of religious studies. Furthermore, the topics can be developed through thematic approaches including religious tourism or religious languages.

      • KCI등재후보

        각도 히스토그램을 이용한 빠른 최소 오차 사각형 근사화 방법

        고병철 ( Byoung Chul Ko ),박준오 ( Jun Oh Park ),김덕연 ( Deok Yeon Kim ),남재열 ( Jae Yeal Nam ) 한국화상학회 2011 한국화상학회지 Vol.17 No.3

        본 논문에서는 산업 현장에서 비전기술을 이용한 객체의 검사나 분류에 사용되는 빠르고 효율적인 최소 사각형 근사화 방법을 대해서 소개한다. 주어진 객체의 최소 사각형 근사를 위해서 객체의 전체 외곽선을 사용하지 않고 n 개로 샘플링된 에지 점들에 대해서만 각도 히스토그램을 생성하고 이를 이용하여 객체의 장축과 단축을 계산한다. 최종 근사 사각형을 찾기 위해 이전 단계에서 얻어진 장축과 단축을 중심으로 하는 4개의 모서리점을 갖는 사각형을 찾는다. 이후에, 잡음에 의한 오차를 줄이기 위해 첫 번째 사각형의 각도를 -1∼+1로 변형하여 추가적으로 2개의 후보 사각형을 생성한 후, 3개의 추정된 사각형과 원본 영상의 외곽선의 매칭 정도를 측정하여 오류가 최소화 되는 사각형을 최종 사각형 영역으로 선택한다. 제안된 방법을 몇 개의 실험데이터에 대해 실험한 결과 기존의 방법에 비해 빠르고 효율적인 최소 사각형 근사가 가능하였다. A fast and efficient minimum-bounding rectangle estimation of an image object is proposed for industrial applications such as object inspection and classification. To detect the minimum-bounding rectangle of an object, we estimate the directions of its major and minor axes by using the proposed angular histogram with n sampled edge points, instead of using the entire boundary. The final bounding rectangle is that which results in the minimum error when the four vertices are rotated just twice amongst three candidate bounding rectangles. Experiments are carried out to evaluate the performance of the proposed method, and show that it can detect the minimum-bounding rectangle of an object in a fast and efficient manner.

      • KCI등재

        연구논문 : 한국 종교계 사회복지의 쟁점과 과제

        고병철 ( Byoung Chul Ko ) 한국종교문화연구소 2011 종교문화비평 Vol.19 No.19

        The purpose of this article is to draw issues and tasks of social welfare in Korean religions. I think this article analyzing the history of social welfare policy, private sectors in social welfare, and religious social welfare is the beginning of a recondite preoccupation of academics about social welfare in Korean religions. To achieve these purposes, in chapter 2, in the title of ``the history of social welfare policy and private sectors in social welfare,`` I analyzed the history of social welfare policy in Korea. And I argued that private organizations including Korean religions were enlisted as helpers by South Korean governments. In chapter 3, ``private sectors in social welfare and social welfare in religions,`` I examined the contents of private sectors in social welfare. And I argued that social welfare in religions has become the heart of private sectors in social welfare. And, in chapter 4, in the title of ``issues and tasks of social welfare in religions,`` I suggested three issues and tasks of social welfare in Korean religions. Its` contents were in concepts building of social welfare or religious social welfare, the end of social welfare in religions, and the government support to social welfare facilities in Korean religions.

      • KCI등재
      • KCI등재

        움직임 카메라 환경에서 파티클 필터를 이용한 객체 추적

        고병철(Byoung-Chul Ko),남재열(Jae-Yeal Nam),곽준영(Joon Young Kwak) 한국통신학회 2012 韓國通信學會論文誌 Vol.37 No.5

        본 연구에서는 움직이는 CCD 카메라로부터 입력된 영상에서 색상 및 질감 성분을 기반으로 하는 파티클 필터를 이용하여 실시간으로 객체를 추적할 수 있는 알고리즘을 제안한다. 초기 영상에서 추적하고자 하는 객체를 선택하면 이를 타깃 파티클로 결정하고, 타깃 파티클로 부터 추적을 위한 초기 상태가 모델링 된다. 이후 프레임부터 N개의 파티클들이 랜덤 분포로 생성되고 각 파티클로 부터 질감 정보인 로컬 CS-LBP (Centre Symmetric Local Binary Patterns)모델과 색상 분포 모델이 특징 모델로 사용된다. 각 특징 모델에 대해 바타차리야(Bhattacharyya) 거리를 사용하여 각 파티클과 타깃 파티클 간의 특징 관측 우도(likelihood)를 구하고 이를 각 파티클의 가중치로 설정 한다. 각 파티클의 가중치를 기반으로 가중치가 가장 높은 파티클을 새로운 타깃으로 설정하고, 각 파티클들을 재 샘플링 한다. 본 실험결과에서는 여러 가지 특징을 조합하여 실험을 하였고, 그 결과 색상 분포 모델과 로컬 CS-LBP를 조합했을 때 추적 성능이 가장 우수한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This paper proposes a new real-time object tracking algorithm using particle filters with color and texture features in moving CCD camera images. If the user selects an initial object, this region is declared as a target particle and an initial state is modeled. Then, N particles are generated based on random distribution and CS-LBP (Centre Symmetric Local Binary Patterns) for texture model and weighted color distribution is modeled from each particle. For observation likelihoods estimation, Bhattacharyya distance between particles and their feature models are calculated and this observation likelihoods are used for weights of individual particles. After weights estimation, a new particle which has the maximum weight is selected and new particles are re-sampled using the maximum particle. For performance comparison, we tested a few combinations of features and particle filters. The proposed algorithm showed best object tracking performance when we used color and texture model simultaneously for likelihood estimation.

      • KCI등재

        일제강점기의 종교 지형과 종교 법규

        고병철(Ko, Byoung-chul) 한국학중앙연구원 2017 한국학 Vol.40 No.2

        이 글의 목적은 일제강점기의 사례를 가지고 법제가 종교 지형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 살펴보는 데 있다. 따라서 이러한 목적에 따라 일제강점기의 주요 종교 법규와 모법(母法), 종교 법규의 의미 층위, 종교 법규와 조선 사회에 형성된 종교 지형의 연관성을 검토하였다. 일제강점기의 종교 지형과 법제의 연관성은 법제가 종교 지형에 영향을 미치는 주요 변수였다는 점을 시사한다. 구체적으로, 제Ⅰ장(머리말)과 제Ⅴ장(맺음말)을 제외하면, 제Ⅱ장(일제강점기의 주요 종교 법규와 모법)에서는 일제강점기의 종교 법규를 분석하였다. 이를 통해 조선총독부의 법규를 신사신도와 교파신도에 적용한 법규, 조선의 유교와 불교에 적용한 법규, 그리고 종교 일반에 적용한 법규로 구분할 수 있다는 점을 밝혔다. 또한 「사찰령」, 「신사 · 사원규칙」, 「포교규칙」의 기원이 일본 법규라는 점을 밝혔다. 그리고 이를 통해 조선총독부가 법규를 구분해서 조선 사회에서 종교별 인식을 다르게 생산했다는 점, 일본정부가 조선총독부를 통해 자국의 종교 경험을 조선에 이식했다는 점을 지적하였다. 제Ⅲ장(종교 법규의 의미 층위)에서는 조선총독부가 시행한 종교 법규의 의미 층위를 분석하였다. 그리고 이를 통해 종교 법규들이 「일본헌법」의 가치를 지향했다는 점, 그리고 교파신도 · 불교 · 기독교만 종교로 보고, 유교와 신종교를 종교에서 배제하는 의미 층위들을 확산시켰다는 점을 지적하였다. 이러한 의미 층위들은 조선의 종교를 천황 중심의 세계관에 편입시키려는 의도를 시사한다. 제Ⅳ장(종교 법규와 조선의 종교 지형)에서는 여러 종교 법규의 의미층위들이 조선 사회에 미친 영향을 분석하였다. 이 부분에서는 종교법규가 유교와 신종교를 종교 범주에서 배제시키면서 불교와 기독교 중심의 종교 지형을 만들었다는 점을 지적하였다. 그리고 종교 법규의 영향 때문에 불교, 기독교, 유교가 서로 다른 정책의 대상이 되었고, 특히 신종교가 천황 중심의 세계관 또는 사회교화에서 배제되었다는 점을 지적하였다. 끝으로, 이 글을 「일본헌법」의 가치를 지향한 종교 법규와 황민화의 연관성, 일제강점기와 해방 이후 종교 지형의 연관성, 그리고 해방 이후의 종교 법제와 종교 지형의 연관성 등에 대한 과제를 남기고 있다. 이글이 종교 지형과 그 변화를 고찰할 때 법제를 주요 변수로 여길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 This paper aims to examine the influence of the legal system on the Korean religious landscape during the Japanese colonial period. For this purpose, I analyzed the major religious laws and their semantics, and examined the influence of those laws and regulations on religious domain under Japanese imperialism. Therefore, this study suggests that legislation is a major variable affecting religious topography. Except for chapter Ⅰ(‘Introduction’) and chapter Ⅴ(‘Conclusion’), I analyzed in detail the religious laws and regulations under the Japanese colonial rule in chapter Ⅱ(‘Major Religious Laws and Mother Laws Under Japanese Imperialism’). These laws and regulations can be divided into a few groups which applies accordingly to Shinto, Confucianism, Buddhism, and all other religions in general. Moreover, some laws and regulations such as 「The Temple Ordinance of 1911(寺刹令)」, 「The Regulation on Shinto‒shrine of 1915(神社 · 寺院規則)」, and 「The Regulation on Proselytizing of 1915(布敎規則)」 origin in Japanese law. Hence, I pointed out that the Government-General of Joseon distinguished and discriminated religions using various laws and regulations, and that Japanese authorities transplanted their imperialistic religious experience into Joseon. In chapter Ⅲ (‘Layers of Meaning of Religious Laws and Regulations’), I analyzed different layers of meaning of religious laws and regulations enforced by the Government-General of Joseon. On the basis of these, I pointed out that the religious laws and regulations were oriented toward emperor-centered values of the Japanese Constitution, and accordingly the stratum of meaning had spread, and now excluded Confucianism and new religions from the category of religion. This suggests that the Japanese Government-General of Joseon had intentions to incorporate Joseon’s religions into emperor-centered worldview. In Chapter Ⅳ (‘Religious Laws, Regulations, and Topography of Joseon’), I analyzed how semantic layers of various religious laws and regulations affected the Joseon society. Therefore, I pointed out that the religious laws and regulations excluded Confucianism and new religions from the religious categories and created ‘Buddhism and Christianity-centered’ religious landscape. Also I pointed out that different policies were applied to Buddhism, Christianity, Confucianism, and new religions because of differences in religious laws and regulations. Finally, this paper is drawing attention to the relation between modern religious regulations and religious topography through the case of Japanese Imperialism. I hope that this study will be an opportunity to consider the legal system as some sort of a crucial variable in understanding religious landscape and its changes.

      • KCI등재후보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