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원문제공처
          펼치기
        • 등재정보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펼치기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분단의 벽은 학부모들의 통합교육 열망에 의해 무너질 수 있었는가? - 북아일랜드 통합교육운동에서의 학부모 내러티브를 중심으로 -

        강순원 한국국제이해교육학회 2016 국제이해교육연구 Vol.11 No.2

        This paper is focused on the narrative result of the integrated education movement of parents-led towards the peace building of Northern Ireland. It is the story analysis of the 7 founding parents who are still involved in BoG at each school, asking the motivation of their engagement, the characteristic of local community and the orientation of each integrated school. The NI integrated education movement concludes as such. Firstly, it is characterized as the peace education beyond the sectarian division being driven by ordinary parents in the community, because most of NI school system used to legalize and reinforce the existing divided system of religion in the society. Secondly, the NI integrated education, seen as middle class-driven educational agenda, was set up as one of national educational sectors in which the whole school running cost should be covered by the national finance and thus was open free to the all children. Thirdly, there are many parents who have become lifelong learners themselves, transforming their communities more peacefully and tolerantly on the way to school creation. As a consequence the role of parents of integrated education movement is to be evaluated as a meaningful contribution of peace process in the divided NI society by becoming lifelong learners for transforming the society. It seemed that they achieved the general goal of lifelong learning for peace and mutual understanding in the community. 본 논문은 북아일랜드 평화체제 정착과정에 기여한 학부모들의 통합교육운동에 관한 내러티브분석의 결과이다. 현재도 설립학부모위원으로 참여하고 있는 7명의 이전 학부모들을 대상으로 지역의 성격, 추진세력의 동향, 학교운영의 목적과 지향성 등을 중심으로 심층 인터뷰를 했고 그 내러티브를 분석한 결과, 북아일랜드 학부모주도의 통합교육운동은 다음과 같은 성격을 지닌다고 보여진다. 첫째, 종파적 분리주의에 근거한 학교교육 분단화로 인해 북아일랜드 학교교육은 북아일랜드 분단체제를 정당화하고 견고화 하는 역할을 담당해 왔다고 비판받는 상황에서, 이에 대한 대안적 교육운동의 일환으로 전개되었던 통합교육운동은 학부모주도의(parents-led) 시민운동이었다는 평가를 받아왔다. 그런 의미에서 북아일랜드 통합교육은 분단극복의 평화교육운동이다. 둘째, 자발적인 통합학교설립운동을 법제화하는 과정에서 통합학교를 국가교육섹터로 위치 지우고 전액 국가재정으로 운영할 수 있게 만듦으로써 중산층주도의 교육운동이라는 계급성의 한계를 극복하였다. 셋째, 참여 학부모들은 통합학교설립을 매개로 진정한 평생학습자로 스스로를 성장시켜가면서 지역을 변화시켰다. 그런 맥락에서 북아일랜드의 통합교육운동은 분단장벽을 걷게 하는데 자기변화를 통해 의미 있는 기여를 한 것으로 평가할 수 있으며 이는 평생교육의 자기실현과 사회변혁의 목표를 달성하고 있다고 본다. 이러한 특성을 지닌 통합교육 학부모운동은 교육이라는 평화적 수단을 통해 분단 장벽을 뛰어넘은 북아일랜드라는 분단사회의 평화교육적 성격을 지닌다.

      • KCI우수등재

        국제이해교육의 변천과정에 관한 교육사회사적 연구

        강순원,김현덕,이경한,김다원 한국교육학회 2017 敎育學硏究 Vol.55 No.3

        This research puts an emphasis on clarifying whether the education for international understanding(EIU) is still relevant to the changing global environment of the 21st century by the socio-historic approach of education to the changes of international communities before and after 1974 when EIU recommendation were adopted by UNESCO Assembly. EIU is the comprehensive peace education through international understanding and cooperation based on the principle of friendly relations between people and States having different social and political systems and on the respect for human rights and fundamental freedoms. Thus EIU aims to raise the glocal(global+local) citizenship with which an individual stands in the field of life and lives for the purpose of thinking globally, acting locally beyond supranational global citizenship education against a narrow-minded nationalism. Based on the socio-historical review of the transitional stages of EIU, the first period of reorganizing world system after the 2nd world war, 1945-1968 is characterized as UN-centered EIU. The 2nd cold-war between the East and the West period, 1968-1989 is focused on the disarmament-peace education. The 3rd generalization of neo-liberal globalization period, 1989-2008 is for the EIU based on universal values such as peace, human rights and democracy. The 4th contradiction of the neo-liberal globalization period, since 2008 is seen global citizenship centered EIU. As a consequence of socio-historic review, EIU is seen a relevant terminology towards the 21st century for the purpose of raising symbiotic human beings coping for the glocal agenda. 본 연구는 국제이해교육 권고가 채택된 1974년을 전후한 국제사회의 변화를 교육사회사적으로 접근하여 21세기 변화된 글로벌 환경 하에서도 여전히 국제이해교육의 필요성이 유의미한지를 밝히고자 한다. 국제이해교육은 국가 간 우호주의와 인권 및 기본적 자유에 기초하여 국제이해와 협력을 위한 모든 수준의 평화교육으로서, 글로벌 차원의 초국가적 시민성을 양성한다는 글로벌시민교육이라기보다는 ‘글로벌하게 사고하라 그리고 지역적으로 행동하라(think globally, act locally)’라는 글로칼(global+local: glocal) 시민성을 함양하는 목적을 가진 상호이해교육이라고 볼 수 있다. 국제사회의 변동에 따른 국제이해교육의 변화과정을 사회사적으로 고찰할 때, 크게 4시기로 볼 수 있다. 제1기는 1945-1968년까지인 전후 세계체제의 재편기로 국제연합중심의 국제이해교육으로 성격지어진다. 제2기는 1968-1989년까지인 동서냉전기로 군축평화론 중심의 국제이해교육에 초점이 맞춰진다. 제3기는 1989-2008년까지인 신자유주의적 세계화의 전면기로 보편적 가치(평화, 인권, 민주주의) 중심의 국제이해교육으로 특징지을 수 있으며, 제4시기는 2008년 이후 현재까지의 신자유주의적 세계화 모순의 심화기로 글로벌시민교육 중심의 국제이해교육이라 말할 수 있다. 이러한 시대사적 재개념화를 통해서 볼 때, 국제이해교육은 미래지향적 글로칼 시민성 함양을 위한 교육의 유의미성을 지속적으로 갖고 있다고 사료된다.

      • KCI등재

        인간안보 관점에서의 세계시민교육

        강순원 한국국제이해교육학회 2016 국제이해교육연구 Vol.11 No.1

        Assuming that the human security concept developed by UN in 1994 should be interconnected with the global citizenship education(GCED), this paper puts towards its emphasis on the critical exploration of human security and how to relate human security to GCED. The human security which is a concept longing for the safe and secure state of human being, has been developed under the post cold-war global environment, but it little impacts the world due to the national security perspective, individualistic reduction and minor power of the international governance. GCED, as a prevailing concept from the education for international understanding(EIU) never be an opposite concept of education for national citizenship. For the purpose of achieving the freedom from fear and the freedom from want that are the basic premises of human security, it is necessary to make a balance of the national curriculum and GCED based on humanitarian solidarity and global justice beyond national interest. The 1974 EIU recommendation is to be the baseline of international regulation for GCED, and the following educational practices make GCED and EIU stronger in S. Korea. 본 연구는 세계시민교육의 방향정립에서 숙고해야 할 논의 중에 하나로 1994년 UN에서 제기된 인간안보가 포함되어야 할 것이라는 전제 하에서 인간안보를 분석적으로 탐색하여 세계시민교육의 방향정립에 연계시키고자 하는 연구 목적 하에서 진행되었다. 인간의 안심하고 안전한 상태를 지향하는 개념으로서 인간안보는 탈냉전 세계 환경에서 제기되어 발전되어 왔지만, 국가주의적 안보관, 개인주의적 환원, 낮은 수준의 국제기구 조정력 등으로 여전히 제한적으로만 영향을 미치고 있다. 오늘날 국제이해교육의 연장선상에서 부상하는 개념으로서의 세계시민교육은 국가시민성과 대립되는 개념은 아니다. 따라서 인간안보의 기본적인 전제인 공포로부터의 자유와 궁핍으로부터의 자유를 초국적 차원에서 이루기 위해선 국가교육과정에 인류애적 연대와 세계정의에 기반한 세계시민교육을 조화시켜 다루어야 할 것이다. 이를 위한 세계시민교육의 국제규약적 근거는 1974년 국제이해교육권고가 되며, 이를 토대로 한 교육실천은 한국에서의 세계시민교육을 견고해 해 줄 수 있을 것이다.

      • KCI등재후보

        국제이해교육 맥락에서 한국 글로벌시민교육의 과제

        강순원 한국국제이해교육학회 2014 국제이해교육연구 Vol.9 No.2

        My paper puts its emphasis on reinterpreting national education in the perspective of universal citizenship education based on international solidarity and social justice and thus on exploring the emerging tasks of Korean Global Citizenship Education(GCED), assuming that GCED shares its educational orientation with peace and human rights education, multicultural education, education for sustainable development(ESD) and EIU. International understanding, cooperation and peace are to be considered as an indivisible whole on the principle of friendly relations between peoples and States having different social and political systems and on the respect for human rights and fundamental freedoms. In these interdependent days EIU is to be critical GCED which provides balanced rights and responsibilities of global citizens according to the parameters of Universal Human Rights Declaration agreed by UN member States. Global citizenship is said to be multiple or hybrid citizenship compassing global publicity of social ethics such as peace, human rights, justice and cultural diversity against imperialism or neoliberal hegemony beyond the territorial border of nation-state. The inclusive GCED model that I suggest by integrating GCED of Oxfam and UNESCO lifelong learning is expected to be useful GCED curriculum criteria for the schooling, lifelong education and teacher education as well. As a consequence the decolonialistic viewpoint is needed in GCED in order to take roots in the educational institutions through challenging the difficulties inherited within and the global inequality due to the globalization risk itself. 글로벌시민교육은 평화·인권교육, 다문화교육, 지속가능발전교육 및 국제이해교육과 그 지향점을 공유한다는 가정위에, 본 연구는 국제연대와 사회정의에 기초한 보편적인 시민성교육의 관점에서 국민교육을 재해석하면서 한국 글로벌시민교육의 당면 과제를 고찰하고자 한다. 국제이해는 국제협력, 평화와 본질적으로 분리될 수 없는 것으로, 개인의 인권 및 기본적 자유에 대한 존중과 국가 간의 선린우호의 원칙에 기초하는 것이다. 이에 국제이해교육은 상호의존성이 심화된 오늘날 국제사회가 합의한 세계인권선언의 기준에 맞추어 세계시민적 책무와 권리를 균형 있게 갖춰주는 비판적 글로벌시민교육이라 할 수 있다. 글로벌 시민성이란 제국주의 또는 신자유주의적 패권주의에 대항하여 평화, 인권, 정의 및 문화적 다양성 등을 구현하려는 사회윤리적인 시민정신으로 영토적 국민국가의 국경을 넘어 범지구적 공공성을 인식하는 중층적, 혼종적 시민정신을 일컫는다. 본고에서 제안한 옥스팜Oxfam의 글로벌시민교육 모형을 유네스코의 21세기 학습모형과 융합하여 구성한 포용적 글로벌시민교육 모형은 학교교육에서뿐 아니라 성인의 평생학습 그리고 교사교육에서도 유익한 교육과정 지표로 활용될 수 있으리라 기대한다. 글로벌시민교육이 직면한 어려움을 타개하고 교육현장에 뿌리내리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글로벌화가 초래한 위험증후인 글로벌 불평등의 심화에 대한 탈식민주의적 시각이 요구된다.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