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Unternehmungsphilosophie and human concept : Questions to the research of real theory

        Ralf-Bodo,,Schmidt 韓獨經商學會 1987 經商論叢 Vol.5 No.-

        여기에서 계기된 論題는 기존의 社會科學理論에서 상대적으로 소홀히 다루어져 온 것이다. 그것은 무었 보다도 企業哲學의 한 중요한 要素로서의 倫理的 價値가 규범적성격을 갖고 있기 때문에 이를 實證科學的으로 접근하기가 어렵기 때문이었다. 이 論文에서는 그러한 價傭에 대한 기업구성원들의 知覺이 기업의 조직, 이윤의 배분 내지는 유보, 생산에 커다란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前提하고, 이를 "성취인(achievement man)"과 "私人(private man)"이라는 두 가지의 형태로 구분하여 체계화 시키고자 하였다. 통상적으로 金業哲學이란 지휘력(leadership)의 철학, 계약의 철학 및 연대성의 철학을 포용하고 있거니와, 이는 日本의 예에서 보는 바와 같이 다양한 文化나 社會經濟制度를 반영하여 여러가지 형태로 나타나기 마련이다. 本 論考에서는 이러한 규범적 企業哲學에 여하히 접근함으로써 방법론적인 시각에서 볼 때 포퍼類의 批判的 合理主義이론을 원용할 수 있는 가능성을 타진하고자 하였다.

      • KCI등재

        Interkulturelle Philosophie nach Hegel

        Ralf,Beuthan 한국헤겔학회 2017 헤겔연구 Vol.0 No.42

        Hegel gilt in der Diskussion der interkulturellen Philosophie als Problemfall. Die allgemeine Kritik an Hegel uberblendet die Moglichkeit, das Projekt der interkulturellen Philosophie nach Hegel, d.h. im Anschluss an Hegelsche Grundgedanken weiterzuentwickeln. Der vorliegende Beitrag zeigt eine solche Moglichkeit auf. Es geht darum, Hegel fur die aktuelle Diskussion der interkulturellen Philosophie neu zu entdecken und dabei das Projekt der interkulturellen Philosophie begrifflich zu scharfen. - Der Beitrag wird die Kritikpunkte des “Eurozentrismus“ und des “Logozentrismus“ entkraften und die Grundzuge einer interkulturellen Philosophie nach Hegel verdeutlichen. Es wird die Moglichkeit aufgezeigt, wie sich mit Hegel die These eines “maßvollen Universalismus“ formulieren und so ein diffuser Relativismus zuruckweisen lasst, ohne dabei in die “Eurozentrismus“-Falle zu geraten. 상호문화철학에 대한 논의에 있어서 헤겔은 문제 사례로 간주된다. 헤겔에 대한 일반적인 비판 가운데서 우리는 헤겔 이후의 상호문화철학의 기획을 헤겔의 근본사상과 관련하여 발전시킬 수 있는 가능성을 찾아 볼 수 있다. 본 논문은 바로 그러한 가능성을 보여주고자 한다. 본 논문은 상호문화철학에 대한 현재의 논의에 있어서 헤겔을 새롭게 발견하면서 상호문화철학의 기획을 개념적으로 명료하게 하고자 한다. 이를 위해 본 논문은 ‘유럽중심주의'와 ‘로고스중심주의'에 대한 비판점들을 무력화하고, 헤겔 이후의 상호문화철학의 근본적인 특징들을 명료화할 것이다. 이로써 헤겔과 함께 ‘적절한 보편주의' 테제를 정식화하고, 그럼으로써 무질서한 상대주의를 반박하면서도 ‘유럽중심주의'의 함정에 빠지지 않을 수 있는 가능성이 드러나게 될 것이다.

      • KCI등재

        Right-wing Populism Taking Hold in Germany. The Success of the Political Party “Alternative für Deutschland” in the Regional Elections of March 2016

        Ralf,Havertz 한독사회과학회 2016 한독사회과학논총 Vol.26 No.2

        독일에서 결국 우파 포퓰리즘 정당인 ‘독일을 위한 대안'(AfD)이 생겨나고, 유럽의회 선거와 지방 선거에서, 특히 2016년 3월 13일 바덴-뷔르템베르크, 라인란트-팔츠 및 작센-안할트 3곳에서 치러진 주 의회 선거에서 얼마간 성공을 거두었다. 이 논문은 이 선거와 이 선거가 3개 주의 정치에서 갖는 의미 및 독일 전체에서 갖는 의미에 대해 분석한다. 또한 이 선거에서 나타난 유권자의 표심의 이동에 대해서도 살펴본다. 이를 위해 이 논문은 ‘독일을 위한 대안'(AfD)의 역사를 간략히 소개하고, 이 정당의 이데올로기, 즉 경제적으로 자유주의적이고 민족적으로 보수주의적인 우파 포퓰리즘의 입장을 검토한다. 이를 통해 유로화 위기와 유럽난민 위기의 상황이 우파 포퓰리즘 정당의 확립에 우호적으로 작용했음을 보여준다. 또한 최근에 이 정당의 이데올로기에서 반이민, 반이슬람 입장을 포함하는 우파 쪽으로의 뚜렷한 이데올로기적 전환이 있었음을 보여준다. 2016년 3월 지방선거에서의 이 정당의 성공은 부분적으로 이러한 이데올로기적 전환에서 기인한다 할 수 있다. 결론적으로 이 논문은 ‘독일을 위한 대안'(AfD)이 앞으로 독일 정치에서 강력한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그리고 2017년의 연방선거 이후에는 연방의회에도 진출할 것으로 예상한다. In Germany, finally, a right-wing populist political party, the Alternative für Deutschland (AfD) emerged and was rather successful in the elections of the European Parliament and in regional elections, especially in the elections of March 13, 2016, which were held in three states on subnational level, Baden-Wuerttemberg, Rhineland-Palatinate, and Saxony-Anhalt. The paper analyzes these elections and the meaning which they have for the politics in these specific states and for Germany as a whole. This involves the analysis of the shift of votes in these elections. The study gives a brief history of the party AfD and examines the ideology of the party, which has economic-liberal, national-conservative, right-wing populist positions. The examination of the historical circumstances shows that the situation with the euro crisis and the European refugee crisis was favorable for the establishment of a right-wing populist party. It was found that recently there has been a shift in the ideology of the party with a strong turn to the right, involving anti-immigrant and anti-Islamic positions. The success of the party in the regional elections of March 2016 can partly be attributed to this ideological shift. The paper concludes with the prediction that this party will play a strong role in the future of German politics and that it will be represented in the next Bundestag after the federal elections in 2017.

      • KCI등재SCOPUS

        Material Cost Model for Innovative Li-Ion Battery Cells in Electric Vehicle Applications

        Ralf,Petri,Tobias,Giebel,Bin,Zhang,Jan-Hinnerk,Schünemann,Christoph,Herrmann 한국정밀공학회 2015 International Journal of Precision Engineering and Vol.2 No.3

        Due to global warming and the rise of the CO2 emissions electric mobility is in the focus. In this case costs for li-ion batteries and especially the material costs are the main cost drivers for electric vehicles. The aim of this paper is to develop a material cost model which can evaluate cell chemistry alternatives for li-ion battery anodes and cathodes. A focus is set on innovative cell chemistries which currently are not using in mass production. The presented model is based on bottom-up approach which can calculate costs and cell performance together to determine the ratio of material cost and energy. The general results are complemented with a case study that assesses that active material with a high specific energy can help reducing the material costs and improves cell performance parameters.

      • KCI등재

        More human than human : A brief (cinematic) history of posthumanism

        Ralf,Beuthan 새한철학회 2012 哲學論叢 Vol.67 No.1

        이 글은 소위 탈인간주의의 중심적 사고가 지닌 특성에 대해 탐구한다. 여기서 중점을두는 것은 "인간-기계-자연" 사이의 관계에 대한 역사적으로 변화된 이해이다. 탈인간주의는 이러한 변화에 대해 진단하면서 인간의 기술적 향상에 대해 주장하는데, 오늘날 이러한 주장은 문화학, 매체학과 생물학 및 의학의 분야를 관통하여 논의되고 있다. 이 글은 그 근저에 놓인 사고의 특성을 계보학적인 관점, 보다 자세히 말하자면 이념사적이고 영화사적인 관점에서 전개하면서 비판적으로 해명할 것이다. 이때 몇몇 고전적 영화작가의 경우에 인간과 기계의 관계에서의 변화가 어떻게 일어나고 있는지 살펴볼 것이다. 탈인간주의는 현대의 중요한 문제가 첨예화되는 특수한 탈형이상학적 사고의 특성을 지니는 것으로 이해될 수 있다.

      • KCI등재

        What makes the difference between memory and face of a landscape? A machine learning approach applied to the federal state Brandenburg, Germany

        Ralf,Wieland,Monika,Wulf,Kristin,Meier 대한공간정보학회 2019 Spatial Information Research Vol.27 No.2

        The paper introduces two types of models: the ‘‘memory of a landscape'' and the ‘‘face of a landscape''. The memory of a landscape refers to the development of a landscape as a result of many small and some major events. It can be described by a multitude of features that are difficult to change by humans, such as the initial geological substrate and the availability of nutrients linked to it. The implementation of the ‘‘memory model'' leads to a scientific modelling approach that models the influence of the basic factors on forest distribution. The face of a landscape on the other hand implements a Big Data approach. The face can be changed more easily, e.g. by clearing forest areas and converting them into arable land. Both types of models are used to conclude from today's perspective on the development of historical forests around 1880. A machine learning algorithm is used to implement both model types and evaluate the importance of features. Both models show differences in accuracy and simulation, which are discussed in detail. The inherent evaluation of the importance of the model inputs can be used to critically review some doctrines. The combination of machine learning with the knowledge of experts who help to select and prepare the data can be used in the future to depict the memory of a landscape more comprehensively in a model than is possible with previous approaches.

      • KCI등재

        Die Doppelnatur des Verwaltungshandelns als Irrweg der verwaltungsrechtlichen Handlungsformenlehre

        Ralf,P.,Schenke 한국토지공법학회 2016 土地公法硏究 Vol.73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KCI등재

        都市計劃法에 있어서 瑕疵의 效果와 計劃維持의 法原則

        Ralf,P,Schenke,鄭南哲 한국토지공법학회 2015 土地公法硏究 Vol.70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KCI등재

        The Transition in Social Housing in Germany – New Challenges and New Players After 60 Years

        Ralf,Zabel,권영상 대한건축학회 2019 Architectural research Vol.21 No.1

        Social housing has a long history in Germany from the first still existing social housing ever, the “Fuggerei” in Augsburg (founded in 1521), over the last 100 years from the end of World War I to today's situation where the need in social housing has increased while the number of housing projects and the number of existing apartments in this program has decreased or ended. Socio-economic changes like demographic evolution, more single households, greater working abilities in bigger cities and an unforeseen highly increased number of migrants within Europe mostly but also from other countries led to the need of affordable housing for a growing number of people who are not able to care for their housing needs in their own responsibility. This is especially true for bigger cities, where the offer of affordable housing is nearly non-existing any more. The family Fugger, a trade and banking dynasty at their time, established a very modern housing concept, providing good and healthy living space for their workers. In 2018 now some trade companies, discounters (ALDI, LIDL, Norma) and IKEA announce to combine their interest in sales in the inner cities with the municipal interest of redensification of existing housing areas and conversion to ecological urban reconstructuring.

      • KCI등재

        Die Debatten um Sozialstaat und “Integration” in Deutschland und ihr Beitrag zur Entsolidarisierung der Gesellschaft

        Ralf,Havertz 한독사회과학회 2013 한독사회과학논총 Vol.23 No.2

        독일에서 지난 몇 년간 사회국가와 “통합”을 주제로 전개된 공적인 논쟁들은 독일에서의 탈연대화 과정에 영향을 미쳤다. 이 논쟁들은 귀도 베스터벨레와 틸로 자라친 같은 저명한 정치가들과 페터 슈톨터다이크와 군나르 하인존 같은 대학교수들, 그리고 지오반니디 로렌조 같은 언론인들에 의해 촉발되었다. 그들은 독일 사회에서의 사회국가적 재분배의 범위에 의문을 제기하는 기고문들을 가지고 선동을 했으며, 특히 자라친과 하인존은 특정한 이주자집단에 대한 사회국가적 지원을 거부했다. 이 논문에서는 이 논쟁의 기고문들을 간략히 소개하고 그 본질적인 공통점과 근본동기를 부각시킨다. 모든 기고문들에서 공통적인 것은 엘리트적 제스처와 “실적을 보여준 사람들”에 대한 찬양으로, 더 많이 버는 사람들을 국가의 과도한 요구로부터 보호해야 한다는 요청한다. 기고문들은 이를 통해 독일 주민에게서 경험적으로 입증 가능한 경향, 즉 기득권자들의 특권을 더욱 강력히 요구하려는 경향을 확인시켜 준다. 기고문들은 탈연대화를 주제로 한 문헌들에서 나타나는, 20년 이상에 걸쳐 진행 중인 하나의 담론을 계승하고 있다. 사회적 포함과 배제에 관한 담론이 그것으로, 새로운 버전 하에서 “생산적인 사람들”과 “비생산적인 사람들”사이의 구분이라는 자본주의적 원칙을 인종주의적 관점과 결합하고 그에 따른 결과를 요구한다. 이러한 담론에는 연대의 원칙으로의 복귀에 기초한 대항 전략으로 맞서야 한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