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고려 최씨 무인정권과 국왕

          서각수 숭실사학회 2012 숭실사학 Vol.0 No.29

          본고에서는 최씨 무인정권이 왕조 권력을 흡수해나가는 과정과 그를 통해 국왕과 比肩되는 권위를 확립해나가는 모습을 살펴보고, 이어서 고려시대 국왕의 권위가 어떠한 장치ㆍ意識에 의해 지탱되고 있었는지에 대해 검토하였다. 최씨 무인정권은 지배층의 분열과 농민 반란 문제 등 당시 고려 왕조가 직면해 있던 정치 현안을 해결하면서 지배의 정당성을 획득해 나갔다. 그리고 관료의 인사권과 국가 의사 결정권을 수중에 장악하여 세속적인 국왕권의 발동을 봉쇄하고 관료사회 위에 군림하였다. 그에 따라 무인 집권자는 국왕과 비견되는 권위도 갖추었다. 宰相과 重房이라는 고려의 최고 문무관까지 扈從하게 되었으며 令公이라는 칭호도 독점하게 되었다. 영공은 스스로 국왕처럼 연출하여 행동했고, 왕조의 의례체계에서 벗어나 영공을 정점으로 하는 의례를 거행하는 場까지 마련하였다. 그리고 국왕의 제사권도 침탈하여, 국왕의 의례적, 종교적 권위도 거의 무력화시키기에 이르렀다. 고려 초기의 八關會는 天神 등에 대한 제사로서 민중통합의례로 기능하였다. 그러나 궁중제사로서의 팔관회는 창업군주 태조 왕건에 대한 제사로 변질되어 있었다. 팔관회는 태조의 靈과 접촉한 국왕이 국왕으로 탄생하는 ‘국왕탄생의례’이자, 그렇게 탄생한 국왕에 대해 신하들이 ‘稱臣’하는 군신관계 확인 의례, 즉 ‘君臣大會’였다. 팔관회에는 고려 국왕의 정통성의 근원으로서의 태조에 대한 신앙이 거듭 확인되는 탁월한 구조가 숨겨져 있었다. 고려 국왕의 권위를 지탱해주는 사상이나 意識은 다양하지만, 창업군주로부터 전해오는 혈통 의식도 강력한 권위 중 하나였다. 고려 국왕의 혈통의식, 즉 ‘太祖信仰’을 보존하고 조장하는 장치가 다름 아닌 팔관회였다. 최씨 무인정권기에도 팔관회는 고려의 가장 권위 있는 의례, 국가 존립과 직결되는 제사로서 계속 개설되었다. 최씨 무인정권과의 연고로 승진을 거듭한 관료들도 팔관회가 규정대로 嚴守되는 것에 집착했고, 불교 세력은 노골적으로 태조신앙을 고취하며 최씨 무인정권에 저항하였다. This paper aimed to examine the system and consciousness that could sustain the authority of kings, as well as the course that the military power absorbed the dynastic power and established the authority comparable with that of kings. The military power of the Chois resolved the political issues faced by the Goryeo dynasty, such as the division of ruling classes and the peasant uprisings, and so acquired the legitimacy. As the military power of the Chois seized the authority over human resources of bureaucrats and right to decide the national proceedings, it dominated the power of kings and reigned over the society of bureaucrats. Accordingly, the ruler of military power became to have authority comparable with that of kings. He attended on the supreme organisation of the civil and military officers, Minister and Jungbang and monopolized the title of Younggong. The Younggong himself acted like king and performed the ceremony which deviated from the ceremonial system of dynasty and focused on the Younggong. And Younggong dispossessed of the king’s right of memorial ceremony for ancestors and almost incapacitated the king’s ceremonial and religious authority. In the early Goryeo era, as ceremony for the heavenly gods, Palgwanhoe managed to unify the people. As a royal ritual, the Palgwanhoe, however, degenerated into the ceremony for Taejo, the Goryeo’s first king. The Palgwanhoe was the ritual that the king possessed of a spirit of Taejo became the true king, and the confirmation ceremony for relationship between kings and subjects who rendered liege service and homage to kings. Through Palgwanhoe, the faith in Taejo as the spring of legitimacy of Goryeo kings repeatedly was confirmed. There are many of thought and consciousness that supported the authority of kings, but the sense of lineage from the first king was one of the powerful authorities. It was the Palgwanhoe that preserved and promoted the ‘faith in the first king of the dynasty’. In the period of military power of the Chois, the Palgwanhoe continued to be hold as the authoritative ceremony and ritual concerning the existence of state. The bureaucrats promoted by relation with the military power of Chois want to strict obserbance of Palgwanhoe in conformity with the rules, and the part of Buddhists inspiring explicitly the faith in the first king of the dynasty resisted to the military power of the Chois.

        • KCI등재

          안중근의 국내 계몽활동과 민족운동사상의 위상

          김형목 숭실사학회 2012 숭실사학 Vol.0 No.29

          안중근은 유복한 가정 환경 속에서 자랐다. 어린시절 청계동으로 이사는 무를 숭상하는 가풍과 더불어 상무정신을 일깨우는 현장이었다. 그는 經史 공부보다 사냥 등을 즐겼다. 후일 이등박문을 정확하게 저격할 수 있는 ‘출중한’ 사격술은 이러한 배경에서 비롯되었다. 천주교 입교와 서적․신문․잡지 등 구독은 객관적으로 현실문제를 이해하는 원천이었다. 투철한 국가관에 입각한 종교관은 모순된 현실을 타파하는 민권의식으로 확대되었다. 해서교안에 대한 냉철한 인식은 주체적인 사회활동가로서 모습을 잘 보여준다. 이는 동학농민군 진압에서 나타난 충군애국적인 역사인식을 극복하는 요인이었다. 1905년 말 상해 등지 유람은 정세에 대한 판단력 제고와 더불어 현실인식을 심화시켰다. 르각 신부와 만남은 교육․계몽운동과 경제자립운동의 중요성을 새삼 절감시켰다. 서우학회 가입과 1906년 봄 몇 개월 동안 서울에서 생활은 선각자들과 교류하는 기반을 구축할 수 있었다. 안창호와 함께 한 연설회는 일제침략의 실상을 직접 체험하는 생활현장이었다. 교육구국운동 일환으로 삼흥학교와 돈의학교를 설립․인수하는 등 민족교육에 매진하였다. 군사훈련을 버금가는 상무교육은 장차 독립군 간부를 양성하려는 계획 일환이었다. 이러한 경험은 고등교육에 대한 관심 고조로 이어졌다. 일본유학생단지동맹에 대한 의연금 기부는 이와 같은 인식에서 비롯되었다. ‘삼합의’ 운영은 일제의 경제적인 침략 실상을 직접 체험하는 계기였다. 국채보상운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원인은 여기에서 찾아볼 수 있다. 온 가족의 동참은 진남포 주민들의 경쟁적인 참여를 유인하는 모범적인 사례였다. 삼흥학교 교직원과 학생들 동참도 사회적인 책무를 느끼는 교육현장이었다. 모친인 조마리아는 의연금 모금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였다. 교육구국운동과 국채보상운동의 경험은 그의 현실인식을 심화시키는 요인 중 하나였다. 일제의 침략 강화는 무력에 기초한 독립전쟁을 모색하지 않을 수 없었다. 특히 진정으로 동양평화를 갈구한 사상가로서 진면목은 이러한 경험적인 산물에서 비롯되었다. Anh Jung Geun grew up in a wealthy family. To move to Cheonggyedong village, along with the family tradition that respected to military art, paved the way for his Sangmu Spirit. He preferred hunting to learning the Confucian classics and Shiji. From this, he had the outstanding marksmanship, through which he shot the Ito Hirobumi(伊藤博文) accurately. Converting to Catholicism and subscribing the books, newspaper, journals were the resource that he viewed a matter objectively. The his view of religion, based on the clear understanding state, was expended Civil Right Thought to overthrow the real problems. His clear understanding of Haeseogyoan(海西敎案) was the part of his figures as autonomous social activator. It was the very reason that in the suppression of DongHak Peasant Revolutionary Army, he could overcome the Loyalty and Patriotism in his historical view. In the late of 1905, the travel to Shanghai reinforced the recognition of real problems, as well as improving the good judgment on political situation. He became keenly aware the importance of educational and enlightenment movement and autarkist movement through the meeting with Le Gac, the priest. The join with SeoWoo Academic Society(西友學會) and the living in Seoul in several months in the spring of 1906 became the bases of interaction with pioneer from Western. He joined speech session with Ahn Chang-ho political activities, and it was the important site that he experienced the real state of the Japanese imperial rule. In the part of Save-the-Nation Movement through Education(敎育救國運動), he established and purchased the Samheung School and Donui School, and strove to concentrate on national education. The education of the Sangmu Spirit was second to military education attempted to train the military officer of national independence army, which continued to the concern with higher education. And by this concern, he contributed his property to Danji League of Korean Students in Japan. Through the manage of Samhapui(三合義), he was aware of the economic despoliation of Japanese Imperialism. This was the reason that he actively participated in the National Debt Repayment Movement. The participation in the movement of his whole family was the example that helped to increase the participation rate of populations in Jinnampo areas. The teaching staffs and students of Samheung School felt to participate in this movement by social responsibility. His mother, Cho Maria, also participated in activities of fund-raising campaign. In the experience of Save-the-Nation Movement through Education and in the National Debt Repayment Movement, his recognition of reality under the Japanese imperialism was reinforced. The independence movement based on military force was inevitable because of the strengthen the invasion of Japanese Imperialism. Particularly, Ahn Jung Geun’s true character as a thinker desired the peace of East, was a product of these experiences.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원세훈의 임시정부 수립․변혁 활동과 민족유일당 운동(1919~1927)

          조규태 숭실사학회 2012 숭실사학 Vol.0 No.29

          이 논문은 중국에서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수립과 변혁, 민족유일당의 성립에 큰 기여를 한 원세훈의 역할과 활동을 다룬 글이다. 원세훈은 1887년 함남 정평에서 상민의 자제로 출생하였다. 그는 1912년 만주로 망명하여 그곳에서 교육활동을 전개하였다. 제1차 세계대전의 발발 직후인 1915년 그는 만주에서 연해주의 우스리스크로 이주하였다. 그는 1918년 연해주에서 전로한족회 중앙총회를 조직하고, 1919년 초 이를 대한국민의회로 발전시켰다. 원세훈은 대한국민의회의 대표로, 상해 임시정부와 한성정부의 대표들과 협의하여 1919년 9월 통합된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탄생시켰다. 그리고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내부 분열로 위기에 봉착하자, 그는 1920년부터 1924년까지 국민대표회의를 개최하는 등 임시정부의 변혁을 위해 활동하였다. 내부적인 분열과 국내외적 지원의 부족으로, 새로운 임시정부의 탄생이 어렵게 되자, 그는 ‘정부’가 아닌 ‘민족유일당’을 민족운동의 구심체로 삼고자 하였다. 그는 앞잡이사(導報社)를 설립하고, 『앞잡이(導報)』를 통하여 민족유일당 설립의 필요성을 고취하였다. 그리고 그는 안창호 등의 제 세력을 견인하여 1926년 10월 대독립당조직북경촉성회를 조직하였다. 그리고 상해, 무한, 광동, 남경 등지에 민족유일당조직촉성회가 조직되는 데 기여하였다. 뿐만아니라, 그는 각지의 촉성회를 민족유일당으로 발전시키려 의열단과 공산주의자들과 접촉하며 자금을 모으려 시도하였다. 불행하게도 원세훈은 일경의 간계로 1928년에 체포되어 뜻을 이루지 못하였다. 그렇지만, 그가 중국에서 벌인 임시정부의 통합과 변혁 활동, 그리고 민족유일당 운동은 민족의 통합을 통하여 한국의 독립을 이루려고 하였다는 점에서 매우 의미가 깊었다. 이러한 원세훈의 민족통합적 정치관은 해방 후 그의 좌우합작적 정치 활동에서도 나타났다. This paper aimed to explain the Won Sei-hoon’s activites and roles of establishing and reforming the Provisional Government of the Republic of Korea and organizing the Movement for the National Single Party. Won Sei-hoon was lowborn in Jungpyeong, Hamgyeongnam-do in 1887. He trod the paths of exile to Manchuria in 1912 and started on education activities. In 1915, shortly after the outbreak of World War I, he moved to Ussuriysk in the Primorskiy Krai from Manchuria. He organized the General Assembly of Chunrho Korean National Assembly in 1918 in the Primorskiy Krai, and in the early of 1919 expanded it into the Korean National Assembly. As the representative of Korean National Assembly, Won Sei-hoon produced the Provisional Government of the Republic of Korea united in September, 1919 after consultation with representatives of the Provisional Government in Shanghai and the Hanseong Provisional Government. And When the Provisional Government of the Republic of Korea was faced with crisis because of internal fragmentation, he tried to reform this government, holding the National Representative Conference in 1920~1924. With internal fragmentation and the lack of support, locally and abroad, it became difficult to produce the new provisional government, and he tried to unite around ‘National Single Party’ as the nucleus of national movement, not ‘government’. He set up the Guide corporation and through the Guide, inspired the need to establish National Single Party. He organized the Beiging Chokseonghae of Great Independent Party Organization in October, 1926 with leading the various force such as Ahn, Chang-ho. Moreover, he contributed to establish the Chokseonghae for National Single Party in Shanghai, Wuhan, Guang Dong, Nanjing. He wanted to expand Chokseonghae in various places into National Single party, so he tried to raise funds from members of Uiyoldan(義烈團) and communists. unfortunately, Won sei-hoon was arrested by the Japanese police, and he could not realize his dream. Nevertheless, it is very important to his activities to unite and reform the provisional government in China and his intention to being independent of Korea through national unity, the National Single Party. His political views to national unity again were revealed in his political activities of unifying the right and the left wings after Korean liberation.

        • KCI등재

          ‘9ㆍ18사변’ 직후 중국지역 한인독립운동의 국제정치환경

          張 華 숭실사학회 2012 숭실사학 Vol.0 No.29

          1929년 가을 미국에서 시작된 경제공황으로, 일본자본주의 체제는 위기상황에 직면하였고, 경제적 위기와 이로 인한 사회 불안은 天皇制 전체주의 국가체제를 위협하였다. 자본주의 발달을 배경으로 한 일본의 제국주의 대외팽창 정책도 위기에 봉착하였고, 위기를 기회로 바꾸기 위한 분출구와 희생양이 필요하였다. 이러한 상황을 배경으로 중국동북지방 침략과 괴뢰 ‘滿洲國’의 수립이 현실화되었다. 일본 군부의 중국대륙 침략 의도는 ‘對美決戰’을 궁극적인 목표로 하고, 중국의 통일을 저지하며, 對蘇戰略의 기반을 구축하는 것이었다. 그리고 이를 토대로 국내정치를 군부가 주도하는 파시즘 체제로 전환시키고자 하였다. 이 같은 군부의 의도가 일본국민 일반으로부터 지지를 확보할 수 있었던 것은 전쟁을 통해 경제공황을 극복할 수 있으리라는 기대감 때문이었다. 특히 재계는 만주의 시장 및 자원 독점이 공황 극복에 유리하다고 판단하여, 군부의 대륙침략정책에 적극 동조하였다. 9ㆍ18사변을 통해 중국동북지방을 점령한 일제는 1933년 2월 ‘華北事變’을 도발하였고 이는 중국 관내지역에 설정되어 있던 열강의 이권과 직접적으로 상충되었다. 국제연맹과 열강은 대일 강경입장을 표명하였지만, 일제는 곧 국제연맹을 탈퇴하였고, 화북지방 침략을 중단하지 않았다. 일제와 미ㆍ영의 관계 역시 악화되기 시작하여, 中日戰爭 후 일제침략이 중국 관내지역 및 동남아시아 지역으로 확대되면서 전면적인 적대관계로 발전하였다. 이에 수반하여, 독일ㆍ이탈리아ㆍ일본의 동맹이 출현함에 따라, 국제정치상황은 파시즘과 반파시즘의 대립 체제로 전환되었다. 후발제국주의 국가들에 의한 선발 제국주의 국가에 대한 도전의 모습을 띠기도 한 이 체제는 제2차 세계대전의 발화점 노릇을 하였고, 궁극적으로는 ‘제국주의시대의 종료’로 귀착되었다고 할 수 있다. 한편 일제의 중국침략에 직면한 중국국민정부는 ‘不抵抗路線’으로 일관하며, ‘先安內後攘外’ 노선에 따라 공산당 토벌전에 주력하는 모순을 자행하였다. 이는 중국동북지역의 군벌세력과 일반민중의 반발을 야기하기에 이르렀다. 이러한 국면을 전환시킨 것이 1936년 말에 발생한 ‘西安事變’이었다. 이는 중국국민정부가 공산당과의 연합을 통해 적극적인 항일을 선언하는 계기가 되었고, 중일전쟁 발발 후 실현되는 제2차 國共合作의 출발점으로 역할하였다고 할 수 있다. 이 같은 1930년대 전반기 중국대륙에 드리워진 국제정치상황은 한인독립운동세력에게는 중일ㆍ미일전쟁의 개연성이 높아지리라는 기대감을 심어 주었으며, 한인독립운동진영의 단결과 재편성을 촉발시키는 계기로써 기능하였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 The system of Japanese capitalism faced an economic crisis by the Great Depression from United States in 1929. The economic crisis and social unrest shadowed the totalitarianism of Japanese Emperor system. The foreign expansion of Japanese imperialism based on development of capitalism also faced a crisis, and needed the ventage and scapegoat to change over from the crisis to the opportunity. The intention of Japanese Military to invade the China set an ultimate goal of ‘final war against United States’ and interrupt an unity of China constructing the base of invasion to Soviet Union. Moreover, the Japanese Military tended to convert to system of fascism which military take the lead in internal politics. These intentions of Japanese Military was adopted by Japanese people, because they expected to overcome the economic crisis through wars. The financial circles concluded that the monopoly on the markets and resources in Manchuria is of help to overcome the Great Depression, and actively sympathized with the policy of Japanese Military to invasion to China. The Japanese imperialism which conquered the north-east region of China through 9ㆍ18 Incident provoked the ‘Huabei incident’ in February 1933, and this directly conflicted the vested interest of powers in China. The League of Nations and powers took a strong stance against Japan. But Japan seceded from the League of Nations and continued to invade the Huabei region. The relation between Japanese imperialism and United StatesㆍUnited Kingdom also became worsened, and after the Sino-Japanese war, the spread of invasion of Japanese imperialism to center of China and South-East Asia made their relation outright hostile. Meanwhile, the Kuomintang government in China faced with invasion of Japanese imperialism did not change its ‘line of non-resistance’ and they showed the paradox that concentrated on suppressing the Communist Party according to ‘the first internal security after stabbing outside’. This caused the resist of warloads and people in North-East China. The very Xi-an Uprising in 1936 converted this aspect. It was the chance that the Kuomintang government proclaimed the active anti-Japan through alliance with communist party, and was the starting point of the 2nd Alliance between the Chinese Nationalist and Communist Parties. This international political environment in the first half of 1930 in china gave the expectations to Korean independent parties, which seemed to occur the Sino-Japanese war and US-Japanese war, and was the opportunity to stimulate the cohesion and reorganization of the Korean independent parties.

        • KCI등재

          조선여행사(1945~1949)의 활동을 통해 본 해방공간기 관광

          조성운 숭실사학회 2012 숭실사학 Vol.0 No.29

          본고는 해방 이후 우리나라 최초의 여행사라 일컬어지는 조선여행사에 대한 최초의 연구라는 점에서 연구사적 의의를 갖는다고 생각된다. 그리하여 지금까지 공백으로 남아있던 해방 이후 우리나라 관광사에 대해 본격적으로 연구할 수 있는 토대가 될 수 있을 것이다. 조선여행사는 일본여행협회 조선지부를 해방 직후 조선인 직원들이 접수하여 설립한 것으로 해방 이후 우리나라 최초의 여행사라 일컬어진다. 설립 이후 조선여행사는 관광객 모집을 통한 관광 활동과 관광진흥을 위한 주변 활동을 통하여 신생 독립국인 대한민국을 세계에 알리고자 하였다. 그리고 1949년 재단법인으로 전환하면서 社名을 대한여행사로 변경하였다. 이 과정에서 대한여행사의 총재로 허정이 취임함으로써 대한여행사의 정부의 외곽조직으로서의 성격을 분명히 하였다. 조선여행사가 행한 관광객 모집 방식에 의한 관광활동의 주된 대상지는 주로 국내의 명산이나 명승지였으며, 그 목적은 고적탐방과 하이킹에 두고 있었다. 그리고 1949년에는 해방 이후 중단되었던 관광버스를 다시 운행함으로써 관광 대중화에 앞장서고 있음도 보여주었다. This paper has its historical meaning in the point that it is the first study of Chosun Travel Agency which is considered to be the first travel agency in our country. Therefore it will be the base for studying in earnest the history of travel industry for the period after liberation from Japanese colony, which has been left blank until now. Chosun Travel Agency was established by Korean’s reorganizing Chosun branch of Japanese Travel Institute and it is considered to be the first travel agency in our country. It tried to let Korea which was a new independent country to be known to the world through activity of traveling and additional activity to promote travel. And as it was converted to a foundation, it changed its name to Daehan Travel Agency. In this process, it established its position as one of extra governmental organization as Huh Jung was selected to be the president of Daehan Travel Agency. The places which Chosun Travel Agency chose for traveling were usually the famous mountains and scenic attractions and the purpose of travel was the visit to historical remains or hiking. Additionally it seems that Chosun Travel Agency led the popularization of travel by resuming the bus travel which had been paused since 1949.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