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학위유형
        • 주제분류
          펼치기
        • 수여기관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지도교수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교직과정이 설치된 미용관련 대학교 교육과정 비교·분석 : 교사의 자질 관점으로

        최혜선 건양대학교 대학원 2014 국내석사

        RANK : 248655

        본 연구는 미용관련고등학교의 현황과 교원확보율을 조사하고 한국교육과정평가원 보고서의 기준에 따라 교사의 자질을 인격적인 교사, 전문적인 교사, 선도적인 교사로 분류하고. 교직과정이 설치되어 있는 미용관련대학교의 교육과정을 분석하여 교사가 가져야 하는 자질을 양성하는데 적합한 교육과정이 운영되고 있는지 비교 · 분석한 결과 다음과 같은 결론를 도출하였다. 첫째, 미용과목 교사상 중 인격적인 교사 양성 교과목이 내용에 맞게 개설되어 있는 학과는 24개학교 26개학과 중 5개 학과(19.23%)로 나타났으며, 가장 많은 교과목이 개설되어 있는 학과는 건양대학교 의료뷰티학과로 나타났다. 직업윤리 영역관련교과목은 총 4개 학과(15.4%)에서 개설되어 있지 않았으며, 학생이해 영역관련교과목은 총 11개 학과(42.3%)가 개설되어 있지 않았다. 그리고, 공동체 협력 영역관련교과목은 총 18개 학과(69.2%)에서 개설되어 있지 않았다. 인격적인 교사 양성 교과목의 평균 개설수는 4과목으로 평균 이상의 교과목이 개설되어 있는 학교는 총 13(50%)개 학과로 나타났다. 둘째, 전문가적인 교사 양성 교과목은 피부교과목이 25.6%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헤어교과목이 24%, 화장품과 메이크업 교과목이 22.7%, 교과교육론 교과목이 9.5%, 네일미용 교과목이 5.8%, 미용학개론 교과목이 4.9%, 공중보건학 교과목이 4.3%, 해부학 교과목이 3.2%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대구한의대학교 화장품약리학과, 중부대학교 화장품과학과, 청운대학교 화장품과학과는 기본이수과목 중 일부 교과목만 개설되어 있었고, 중등임용시험에 필요한 과목임에도 불구하고 개설되어 있지 않았다. 셋째, 선도적인 교사 양성 교과목을 비교 · 분석한 결과 국제화 영역에서는 호원대학교 뷰티미용학과를 제외한 25개(96.2%) 학과에서 교과목이 개설되어 있었으며, 정보화 영역 교과목이 개설되어 있지 않은 학과는 총 13개(50%) 학과로 나타났다. 산학연계 영역에서는 12개(46.2%)학과에서 개설되어 있지 않았다. 교직이수가 설치된 4년제 미용관련대학교의 교육과정들은 대체로 미용교사상에 맞게 잘 편성되어 있으나 특정 대학교에서는 임용시험에 대비한 몇몇 교과목만 개설되어 있어 미용교사의 자질을 함양하는데 부족한 교과과정을 운영하고 있어 개선이 시급함을 알 수 있었다. 또한 본 연구는 교과목 편제표를 중심으로 분석하여 교육내용의 실제 분석을 병행하지 못했으며 앞으로는 학교별 교과목들의 구체적 내용에 관한 후속연구가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This study is to compare and analyze the education curriculum at 4-year beauty schools with the teaching profession and to find if it is properly operated to train qualified teachers. This is done through researching the present condition and the securing percentage of teachers at beauty related high schools, and also categorizing the teachers’ qualifications into three of respectful, professional, and initiative according to Korea Institute for Curriculum and Evaluation. The following is the results. First, Univercity opened properly for the whole personal teachers training are 5 out of 24(26 Department). Department of Medical Beauty at Konyang University has the most related. Vocational ethics class are not established in 4 departments (15.4%) and Student understanding class are not established in 11 departments (42.3%). Also, Collaborative learning courses are not set in 18 departments (69.2%). The number of Departments majors for the respectful teachers training course are average 4 courses, and about 13 departments (50%) have the courses more than average. Second, major course for the professional teachers training has the most skin courses of 25.6%, and also 22.7% of cosmetic and makeup courses, 9.5% of education courses, 5.8% of nail beauty courses, 4.9% of Introduction to Cosmetology courses, 4.3% of Public Health courses, and 3.2% of anatomy courses. Especially, department of cosmetics pharmacology at Daegu Hanui University, department of cosmetic science at Jungbu Univeristy and at Chungun University had only few of required courses and did not have others despite the necessity of the courses to pass the teacher certification examination for middle school beauty teachers. Third, subject matters for the pacessetting teachers training, 25 departments (96.2%) except the department of Beauty at Howon Univeristy have internationalization courses, and 13 departments (50%) did not have informatization courses. For school-work links courses, 12 departments (46.2%) did not have. Most of univercity with the teaching profession are forming proper class for the beauty teachers qualification, but some specific universities has only few class for the teacher certificate examination. They need to improve this by opening more required class. Also, this study mainly focused on analyzing the subject table of organization so that could not cover the analysis of actual education class or contents. Hopefully, further study on the more details of the class and contents of each school should be composed in the future.

      • 대학의 취업지원 프로그램 내실화 방안에 관한 연구 : K대학 사례를 중심으로

        조유호 건양대학교 경영사회복지대학원 2014 국내석사

        RANK : 248639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draw the better employment support programs by analyzing employment support programs of korean and foreign universities and the features of each program. Each university has committed employment support program to improve the employment rate. Universities changed and departmentalized form of programs to adapt hiring method that companies required. Thus, I look around the issues of employment support programs that K University implemented to keep pace with these changes and propose improvements. Recently youth unemployment is not readily be recovered after financial crisis and the severe cold wave of employment. Government,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try to solve through employment policies and a variety of business and universities charged and operated the government’s employment- related business, or tried to struggle for student’s career and job searching activities by preparing own fund. But comparing with majors of university, university’s employment support program do not operate systematically and show inefficient operating modes by short term operation of the program. Awaring of these issue, this study aim to set up improvement plan by looking at employment support programs of local and foreign universities. To achieve this goal, research issue was set as follows. First, How do university students for employment support programs recognize? Second, How do university students for the operating status of program and problem recognize? Finally, What is the improvement that university student’s are aware of the support program for employment? To achieve the purpose of the study, the questionnaire complete by reference to the previous studies related this study and were questionnaire after the pilot test was performed.

      • 사이버대학교 졸업생의 학습만족도가 직무성과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연구 : K 사이버대학 뷰티학과를 중심으로

        임옥진 건양대학교 2021 국내박사

        RANK : 248639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verify the effect of learning satisfaction of cyber university's beauty major graduates on job performance, and the effects of self-efficacy and job satisfaction that mediate this, to improve job competency through learning satisfaction of beauty majors and work accordingly. It was intended to provide basic data for activation of performance. To conduct the research, a research model was developed by referring to previous studies. A total of 137 copies were used for analysis by selecting a beauty major graduate of K Cyber University located in Daejeon and Chungcheong area and conducting a self-report questionnaire. The collected data were analyzed using the SPSS 23.0 statistical program, and the Crombach a coefficient was checked to verify the internal reliability of the measurement question, and the basis for the mean, standard deviation, and mean to confirm the characteristics of respondents and the level of major variables, Statistics were conducted, and t-test, analysis of variance, and post-test were conducted to find out the difference between the major variables according to the respondents' characteristics. In addition, to confirm the correlation between learning satisfaction, self-efficacy, and job performance, an analysis was performed using the correlation coefficient, and a regression analysis was performed to verify the mediating effect between learning satisfaction and job performance. The results obtained through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there were significant correlations in learning satisfaction, self-efficacy, job satisfaction, and job performance among the graduates of the Department of Beauty at K Cyber University. Second, as a result of analyzing the mediating effect of self-efficacy in the relationship between learning satisfaction and job performance, it was found that there is a mediating effect not only in self-efficacy, but also in performance achievement and personal factors, which are sub-variables of self-efficacy. Students with high self-efficacy are expected to actively act to achieve their goals, make more effort than those with low self-efficacy, and continue to work even if they have difficulties. Third, analyzing the mediating effect of job satisfaction in the relationship between learning satisfaction and job performance, not only job satisfaction but also job characteristics, a sub-factor of job satisfaction, had a positive mediating effect. Fourth, the relationship between learning satisfaction and job performance had a parallel mediating effect of self-efficacy and job satisfaction, and it was found that there was a significant effect among all variables. As a result of the study, it was found that the learning satisfaction of K Cyber University's beauty department graduates has an important influence on job performance, and variables such as self-efficacy and job satisfaction act as important parameters. It is suggested that the learning satisfaction of beauty majoring graduates improves job performance, and self-efficacy and job satisfaction act as an important facilitating factor in enhancing job performance in the field. Therefore, it is not only necessary to improve job satisfaction by continuously providing training courses based on practical competency to target subjects, but also to develop and operate various programs that can maximize job-related self-efficacy tailored to adult learners as well as technology-oriented education. Through measures to increase students' learning satisfaction, it is necessary to seek ways to improve job satisfaction and job performance. Although it was intended to help the cyber university’s graduates in hair and beauty industry find positive ways for their job performance, there was a limit to generalizing the research results to the results of beauty-related graduates of all cyber universities in Korea. In future research, the need for continuous and long-term empirical analysis and in-depth research is required for cyber university graduates to improve their job performance by conducting in-depth interviews and observations of experts with various cyber universities as research subjects. 본 연구의 목적은 사이버대학교의 뷰티 전공 졸업생들의 학습만족도가 직무성과에 미치는 영향과 이를 매개하는 자기효능감, 직무만족도의 효과를 검증하여 뷰티 전공 졸업생들의 학습만족을 통한 직무능력 향상과 이에 따른 직무성과의 활성화를 위한 기초자료를 제공하고자 하였다. 연구를 위하여 선행연구를 참고하여 연구모형을 개발하였다. 대전․충청권에 위치하고 있는 K 사이버대학교의 뷰티 전공 졸업생을 선정하여 자기보고식 설문을 실시하여 총 137부를 분석에 활용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SPSS 23.0 통계 프로그램을 이용하여 분석하였고, 측정문항의 내적 신뢰성을 검증하기 위해 Crombach a 계수를 확인하였으며, 응답자특성과 주요 변인들의 수준을 확인하기 위해 평균, 표준편차, 평균에 대한 기초 통계를 실시하였으며, 응답자의 특성에 따른 주요 변인들의 차이를 알아보기 위해 t검정과 분산분석 및 사후검정을 실시하였다. 또한 학습 만족도, 자기효능감, 직무성과 간의 상관관계를 확인하기 위하여 상관계수를 활용하여 분석을 실시하고 학습 만족도와 직무성과의 매개 효과를 검증하기 위해 회귀분석을 실시하였다. 본 연구를 통하여 얻은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K 사이버대학교 뷰티 전공 졸업생들의 학습만족도, 자기효능감, 직무만족, 직무성과 모든 변인에서 유의미한 상관관계를 보였다. 둘째, 학습만족도와 직무성과 간의 관계에서 자기효능감의 매개 효과를 분석한 결과 자기효능감 뿐만 아니라 자기효능감의 하위변인인 수행성취와 개인적 요인에서도 매개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자기효능감이 높은 사람은 목표성취를 위해 적극적으로 행동하며 자기효능감이 낮은 사람에 비해 더 많은 노력을 하고, 어려움이 있더라도 과업을 지속적으로 할 것으로 예측된다. 셋째, 학습만족도와 직무성과 간의 관계에서 직무만족의 매개 효과를 분석한 결과 직무만족 뿐만 아니라 직무만족의 하위요인인 직무특성도 매개 효과가 있었다. 넷째, 학습만족도와 직무성과와의 관계는 자기효능감과 직무만족의 병렬 매개 효과가 있었고 모든 변인들 간 유의미한 영향이 있음을 알 수 있었다. 이상의 연구 결과로 K 사이버대학교 뷰티 전공 졸업생들의 학습만족도는 직무성과에 중요한 영향을 미치며 자기효능감, 직무만족 등의 변인들이 중요한 매개 변수로 작용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뷰티 전공 졸업생들의 학습만족도가 직무성과를 높이고, 자기효능감이나 직무만족이 현장에서의 직무성과를 높이는데 중요한 촉진 요인으로 작용함을 시사해주고 있다. 따라서 대상자들에게 실무역량 기반의 교육과정을 지속적으로 제공하여 직무 만족을 향상 시킬 뿐만 아니라, 성인학습자 맞춤형으로 직무관련 자기효능감을 극대화 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의 개발및 운영이 요구된다. 또한 학생들의 학습만족도를 높이는 방안을 통하여 직무만족과 직무성과를 높일 수 있는 방안을 함께 모색해야만 한다. 본 연구는 뷰티 전공 졸업생들의 직무성과를 위한 긍정적인 방안 모색에 도움이 되고자 하였으나 연구 결과 모든 사이버대학의 뷰티 관련 졸업생의 결과로 일반화시키기에는 한계가 있었다. 향후 연구에서는 연구 대상을 지역별, 학교별, 전공별로 다양하게 접근하며, 전문가의 심층 인터뷰 및 관찰 등의 다양한 조사 방법을 병행하는 장기적이고 실증적인 심화 연구의 필요성이 요구된다.

      • 시청각자료를 이용한 정보제공이 백내장 수술환자의 주관적 불안과 통증에 미치는 영향

        조혜원 건양대학교 대학원 2021 국내석사

        RANK : 248639

        목적: 본 연구의 목적은 시청각 자료를 이용한 정보제공이 백내장 수술 환자의 주관적 불안과 통증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고 주관적 불안과 통증의 상관관계를 알아보는 것이다. 연구대상 및 방법: 백내장 수술 환자의 불안과 통증을 줄이기 위한 본 연구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건양대학교병원 안과 간호사로 근무하고 있는 연구자가 정보제공 영상을 제작하였다. 연구자는 건양대학교 병원 안과 백내장 수술에 대한 관련 선행 연구, 문헌 검토 및 표준 지침을 기반으로 비디오를 만들었다. 건양대학교병원 안과 외래에 내원하여 국소마취하에 백내장 수술을 받을 예정인 40세 이상 환자를 대상으로 하였다. 모든 피험자는 자발적으로 연구 참여에 동의하고 동의서에 서명하고 설문지에 응답했다. 실험군은 시청각 자료를 제공받았고 대조군은 제공하지 않았다. 실험군에게는 스마트폰으로 시청각 자료를 제공하여 백내장 수술에 관해 친숙하게 하였다. 결과: 수술 중 상태불안 수준은 실험군이 평균 1.63±1.30점, 대조군이 4.10±2.25점으로 유의하게 낮았다(p<0.05). 통증 정도의 차이는 2.75±2.06점이었다. 실험군은 대조군보다 평균 3.83±2.40점 낮았다(p<0.05). 실험군(Pearson correlation=0.452, p=0.014)은 불안과 통증 사이에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p<0.05). 실험군 =0.205, 설명력 20.5%, β=0.452(p<0.05)로 수술 중 불안이 나타나 수술 중 통증에 유의한 영향을 미쳤다. 수술 후 통증의 정도가 증가함을 확인하였다. 결론: 본 연구에서 시청각 정보를 받은 실험군은 그렇지 않은 대조군에 비해 수술 중 상태 불안과 통증 수준이 낮았다. 또한 실험군의 수술전 불안이 수술 중 통증과 상관관계가 있고 영향을 미치는 통계적 값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러한 결과를 바탕으로 연구자가 개발한 시청각 자료를 활용한 정보 제공은 백내장 수술 중 상태 불안과 통증을 줄이는 효과적인 중재라고 할 수 있다. Purpose: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determine the effect of information provision using audiovisual data on subjective anxiety and pain and to investigate the correlation between subjective anxiety and pain in cataract surgery patients. Materials and methods: In order to achieve the purpose of this study to reduce anxiety and pain in cataract surgery patients, he investigator working as a nurse in Ophthalmology Departmentat Konyang University Hospital produced a video of information provision. The researcher made the video based on related prior research, literature review, and standard guidelines for cataract surgery in Ophthalmology Department at Konyang University Hospital. composed. For subjects over 40 years of age who visited the ophthalmology outpatient department of Konyang University Hospital and were expected to undergo cataract surgery under local anesthesia. All subjects voluntarily agreed to participate in the study , signed the consent form and answered the questionnaires. The subjects in experimental group were provided audiovisual material, and those in control group were not. To those in the experimental group, the audiovisual material was provided by their smartphone so that they could be familiar with it Results: The level of state anxiety during surgery was significantly lower with an average of 1.63±1.30 points in the experimental group and 4.10±2.25 points in the control group (p<0.05).The difference in pain level was 2.75±2.06 points in the experimental group, which was lower than the average 3.83±2.40 points in the control group(p<0.05). The experimental group (Pearson correlation=0.452, p=0.014) showed that there was a correlation between anxiety and pain(p<0.05). In the experimental group =0.205, 20.5% explanatory power, β=0.452(p<0.05), indicating anxiety during surgery, which had a significant effect on pain during surgery. It was confirmed that the degree of pain increased after surgery. Conclusions: In this study, the experimental group that received audiovisual information had lower levels of state anxiety and pain during surgery than the control group that did not receive audiovisual information. In addition, it was possible to confirm the statistical value that the preoperative anxiety of the experimental group was correlated with and had an effect on the pain during surgery. Based on these results, it could be said that the provision of information using an audiovisual material developed by the researcher is an effective intervention to reduce state anxiety and pain during cataract surgery.

      • 군 인력구조 변화에 따른 우수부사관 획득방안에 관한 연구

        강창길 건양대학교 대학원 2020 국내석사

        RANK : 248623

        Considering the decline in the acquisition of first-time executives, the need to secure skilled executives, and job security, the Army headquarters plans to reorganize the rank structure of officers and noncommissioned officers from pyramid-shaped to jar-shaped. In addition, due to the shortening of the military service period and the cutting-edge and specialization of weapons, excellent professional manpower is required. Excellent military officers should be obtained for the smooth management and operation of technology-intensive forces as they are today. In particular, the quality of noncommissioned officers who play a pivotal role in the military should be excellent and the core of true defense reform is to train them with specialized personnel. After the defeat of the Vietnam War, the U.S. military analyzed the cause of defeat, and focused its investment on the eliteization of noncommissioned officers, a necessary professional workforce, through unnecessary staff cuts. However, the Korean military is recruiting professionals based on the conscription system, focusing on acquisition rather than qualitative analysis or case studies by advanced foreign forces. In particular, the recruitment and selection of non-commissioned officers are only dependent on quantified analyses, making it difficult to acquire outstanding talent. It is now time to review better service inducement measures for obtaining excellent noncommissioned officers and achieve innovations that improve the system of recruitment and selection work in conjunction with military departments at private institutions or universities. In order to obtain excellent non-commissioned officers in accordance with these demands of the times, the Ministry of National Defense and the Army are making various efforts, especially by opening non-commissioned officers at general universities, private colleges, and military specialized high schools to foster excellent non-commissioned officers and continue to acquire excellent personnel. In this study, it is believed that the government should continue to acquire non-commissioned officers so that they can win the battle by using mission-type command leadership with leadership, creativity and expertise in leadership, amid the specialized management of executives, which is the core of fostering technology-intensive structures, and the battlefield situation that actively responds and diversify according to changes in the operational environment of the Korean Peninsula in the future. Therefore, in order to promote the acquisition of the Army's excellent vice-ministerial officers in the mid- to long-term, the plan was proposed to improve and develop the manpower management system of the military departments of specialized military colleges and general universities, and to analyze and reflect the impact factors of future changes in the environment for acquiring non-commissioned officers. In addition, the period of training and conservative education essential for strengthening education and training for the professional training of non-commissioned officers should be extended for the future army that is advanced and specialized, and the university of non-commissioned officers should also be established to prepare for the regularization of non-commissioned officers in the long term. In addition, I think it is necessary to adjust the service period to create the service conditions. A shortened review of the current four-year mandatory military service period is needed. A realistic review of the noncommissioned officer's mandatory military service should precede, taking into account the shortening of the military service period, the reduction of the number of military enlistment personnel, and the period of mandatory military service for officers. If the mandatory service period is shortened, the support rate for military service will increase from the current one, and if it increases, it will be able to acquire better non-commissioned officer resources than the current one. If carried out as suggested above, it will play a pivotal role in the elite military by establishing a system for training and acquiring excellent noncommissioned officers. Furthermore, it is believed that we will have our own defense capabilities against potential threats in the future, and that we will eventually have a strong base for developing our national competitiveness. Rather than finalizing the details, the contents presented in this study focused on presenting the direction for the actual development of the plan through many future studies, and it is regrettable that the specific data was limited and concept-oriented. 초임부사관 획득 감소 추세, 숙련된 간부 확보 필요성, 직업 안정성 보장 등의 여건을 고려해 육군본부에서는 장교와 부사관의 계급구조를 피라미드형에서 항아리형으로 개편할 계획이다. 더불어 병 복무기간 단축과 무기의 첨단 및 전문화로 인해 우수한 전문 인력이 요구되고 있는 실정이다. 현재와 같은 기술 집약형 군대의 원활한 관리와 운영을 위하여 우수한 군 간부를 획득하여야 한다. 특히, 군의 중추적 역할을 담당하는 부사관의 자질이 뛰어나야 하고 이들을 전문화된 인력으로 양성하는 것이 진정한 국방개혁의 핵심이다. 미군은 월남전 패망이후 패배원인을 분석한 결과 불필요한 인력감축을 통해 꼭 필요한 전문 인력인 부사관의 정예화에 대해 집중 투자한 결과 군 전력을 높일 수 있었다. 하지만 우리 군은 징병제를 기본으로 전문 인력을 획득 하면서 질적인 분석이나 선진 외국군의 사례 연구보다 단순히 획득을 위주로 모집을 하고 있다. 특히, 부사관에 대한 모집 및 선발이 계량화된 분석에만 의존하고 있어 우수한 인재를 획득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제는 우수한 부사관 획득을 위한 더 나은 복무 유인책을 검토하고 민간기관이나 대학의 군사학과와 연계하여 더 나은 모집 및 선발업무 체계를 개선하는 혁신을 이루어야 한다. 이러한 시대적인 요구에 따라 우수한 부사관을 획득하기 위해 국방부와 육군에서는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으며, 특히 일반대학 부사관학과 및 민간 전문대학, 군 특성화 고등학교에 부사관학과를 개설하여 우수한 부사관 양성과 더불어 우수인력 획득을 지속하여 추진해야 한다. 본 연구에서는 기술 집약형 구조 육성의 핵심인 간부의 전문화, 미래의 한반도 작전환경의 변화에 따라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다변화하는 전장상황 속에서 주도성 창의성 전문성을 고루 갖춘 임무형 지휘의 리더십을 구사함으로 인하여 전장에서 승리할 수 있도록 부사관 획득과 정예화를 지속해야하는 것으로 판단된다. 그래서 육군의 우수부사관 획득을 중장기적으로 추진하기 위해서는 전문대학의 부사관학과, 군 특성화 고등학교, 추가적으로 일반대학 군사학과의 인력 운용제도를 개선, 발전시키고 미래의 부사관 인력획득 환경의 변화가 미치는 영향요소를 분석하여 반영하고자 하는 방안을 제시하였다. 또한, 첨단화, 전문화되는 미래 육군을 위해 부사관의 전문성 구비를 위한 교육훈련을 강화에 필수적인 양성 및 보수교육기간을 늘려야 하고, 또한 부사관 대학을 신설하여 장기적으로 부사관 정예화에 대한 준비를 해야 한다. 더불어 복무여건 조성을 위한 복무기간 조정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현행 4년인 의무복무기간의 단축검토가 필요하다. 병 복무기간 단축, 군 입대인원의 감소, 그리고 장교 의무복무기간 등을 고려한 부사관 의무복무기간의 현실적인 검토가 선행되어야한다. 의무복무기간이 단축된다면 군 복무를 위한 지원율이 현재보다는 증가할 것이고, 증가하면 현재보다 더 우수한 부사관 자원을 획득할 수 있다고 판단된다. 위에서 제시한 것과 같이 추진된다면 우수 부사관 양성 및 획득 체계를 발전적으로 정착하여 정예화 된 군에서의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이다. 나아가 한반도 전쟁 억제력을 완비하고, 미래 잠재적 위협으로부터 우리 스스로의 방위능력을 갖게 될 것이며, 결국 국가 경쟁력을 키울 수 있는 강군으로서의 기반이 갖추어지게 될 것이라 생각된다. 본 연구에서 제시된 내용들은 세부적인 내용을 확정짓기 보다는 향후 많은 연구를 통해 실질적인 계획 발전을 위한 방향을 제시하는데 중점을 두었으며, 구체적인 자료 확보가 제한되어 개념 위주로 작성한 것이 아쉬움으로 남는다.

      • 대학생의 진로스트레스가 자살생각에 미치는 영향 : 부모-자녀 폐쇄형 의사소통의 매개효과

        강문진 건양대학교 2017 국내석사

        RANK : 248623

        Suicide in Korea's universities is getting worse year after year and this issue is not a personal problem anymore, but social problem which induces enormous national loss. So we want to alert about suicide in Korea's universities and insist the necessity and goal of development of specific programs, counseling and intervention to prevent the suicide of undergraduate students. This study analyzed the relationship among career stress, suicidal ideation and dysfunctional parent-child communication of undergraduate students. In addition, we intended to find out the mediating effects of the dysfunctional parent-child communication on the relationship between career stress and suicidal ideation. We surveyed 550 undergraduate students from 3 universities in Chungnam and Daejeon(regardless of men and women) and only 422 of them were used for analysis. The scale of the career stress made by Park, Heerak(2009) and Suicidal Ideation Questionnaire(SIQ) which was made by Reynalds(1988), adapted by Sin, Min Seop(1992) and revised by Seong, Gyeong Joo(2015) were used in this study as tools for measurements. For dysfunctional parent-child communication study, we used questions only related with dysfunctional parental communication in Parents Adolescent Communication Inventory(PACI) made by Barns & Olsen(1982) and adapted, revised by Min, Hye Young(1990). Collected data were analyzed by statistical analysis program, SPSS(ver 22.0). To examine the correlation between factors, we did Pearson's correlation analysis. Additionally, we did Schffe posteriori tests following t-test and one-way anova to check difference depends on gender, grade and majority of students. To verify mediating effects of dysfunctional parent-child communication on the relationship between career stress and suicidal ideation, we did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following three-steps analytical methods proposed by Baron and Kenny(1986) and sobel test proposed by Sobel(1982).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results showed a significant positive correlation among career stress, suicidal ideation and dysfunctional parental-child communication. Second, the result showed gender-related difference in the positive correlation between career stress, suicidal ideation and dysfunctional parent-child communication. However, there was no difference in the career vagueness, lack of information, external and inner conflict. There was difference in career stress, but no difference in suicidal ideation and dysfunctional communication dependent on grade. Additionally, every factors showed significant major-related difference. Third, the results showed partial mediating effect of dysfunctional parent-child communication on the relationship between career stress and suicidal ideation. Based on these results, this study has verified how dysfunctional parental-child communication mediates the effects of career stress on suicidal ideation. Also we emphasized the importance of parental-child communication of undergraduate students and discussed constraints as well as a future direction of research. 해가 거듭될수록 진로스트레스로 인한 우리나라 대학생들의 자살문제는 심각해지고 있으며, 대학생 자살문제는 더 이상 개인의 문제가 아닌 막대한 국가적 손실을 끼치는 사회적 문제이다. 본 연구는 대학생 자살문제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시키며 대학생 자살예방을 위한 구체적인 프로그램 개발 및 상담 개입을 위한 기초연구로써의 필요성과 목적을 밝힌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대학생의 진로스트레스, 자살생각, 부모-자녀 폐쇄형 의사소통의 관계를 분석하고, 진로스트레스와 자살생각의 관계에서 부모-자녀 폐쇄형 의사소통의 매개효과를 살펴보았다. 이를 위해 대전•충남 소재 3개 대학생 550명을 대상으로 설문을 실시하여 422부의 자료를 최종분석에 사용하였다. 측정도구는 박희락(2009)이 개발한 진로스트레스 척도와 Reynolds(1988)가 개발하고, 신민섭(1992)이 번안 및 타당화한 자살생각 척도(Suicidal Ideation Questionnaire: SIQ)를 성경주(2015)가 재타당화한 척도를 사용하였으며, 부모-자녀 폐쇄형 의사소통은 Barns와 Olsen(1982)이 개발하고 민혜영(1990)이 번안 및 타당화한 부모-자녀 의사소통 측정도구(PACI : Parents Adolescent Communication Inventory) 중 폐쇄형 의사소통 문항만 사용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통계프로그램 SPSS(ver 22.0)로 분석하였고 측정변인간 상관관계를 살펴보기 위해 Pearson의 적률상관분석 실시와 성별, 학년, 전공에 따른 t검증 및 일원배치 분산분석에 따른 사후검증을 통한 비교분석을 실시하였다. 또한, 진로스트레스와 자살생각의 관계에서 부모-자녀 폐쇄형 의사소통의 매개효과를 검증하기 위해 Baron과 Kenny(1986)이 제시한 3단계 분석법에 따라 다중회귀 분석 및 Sobel(1982)이 제시한 Sobel test를 실시하였다. 본 연구의 주요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측정변인간 상관관계를 살펴본 결과, 진로스트레스, 자살생각, 부모-자녀 폐쇄형 의사소통은 모두 유의미한 상관을 보였다. 둘째, 성별, 학년, 전공에 따른 차이를 살펴본 결과, 성별은 진로스트레스, 자살생각, 부모-자녀 폐쇄형 의사소통 모두 유의미한 차이를 보였으나 진로스트레스 하위 요인인 진로모호, 정보부족, 외적갈등, 내적갈등에서는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학년은 진로스트레스에서는 유의미한 차이를 보였으나 자살생각과 부모-자녀 폐쇄형 의사소통에서는 유의미한 차이를 나타내지 않았다. 전공은 측정변인간 모두 유의미한 차이를 보였다. 셋째, 진로스트레스와 자살생각의 관계에서 부모-자녀 폐쇄형 의사소통의 매개효과를 살펴본 결과, 부모-자녀 폐쇄형 의사소통의 부분매개효과가 있음을 나타났다. 이러한 연구결과를 토대로 대학생의 진로스트레스가 자살생각에 미치는 영향에 있어 부모-자녀 폐쇄형 의사소통의 매개효과를 검증하고, 본 연구에 대한 제언과 후속연구에 대해 논의하였다.

      • 大學生의 性格有形에 따른 肥滿度, 攝食態度 및 肥滿스트레스에 관한 硏究

        김선경 건양대학교 보건복지대학원 2010 국내석사

        RANK : 248623

        I investigated 285 undergraduate students in Daejeon to know their BMI, eating attitude and obesity stress according to undergraduates' personality types. To measure the personality types of the students, I used the TABP developed by Haynes(1978) on Framingham Heart Study. Next, I used BMI to measure the degree of obesity. For obesity stress, I used the Body Attitude Questionnaire (BAQ) developed by Ben-Tovim and Walker(1991). Finally, I used the Eating Attitude Test (EAT26), which was developed and revised by Garner and Garfinkel(1979) in order to find out the student's eating manner. The results are as follows: 1. The BMI difference, according to the personality types (A-type, B type) of the undergraduates was not shown. 2. The difference of eating attitude, according to the personality types (A-type, B type) of the college students, was not shown. 3. The difference of stress related obesity, according to the personality types (A-type, B type) of the college students, was not shown. 4. As a result of analyzing the factors, the factors influenced on the eating attitude and obesity stress with logistic analysis on eating attitude and obesity stress. The difference, according to the personality types, was not shown. For my research, I had expected there to be a difference in the degree of obesity, the eating attitude, and the obesity stress, according to the personality types of the college students. However, this research's results did not show any difference. I concluded that there was no relation among BMI, the eating attitude, and the obesity stress. So far, there has been no research done the relation between innate personality and obesity. I expect to consider about personality types accomplished in the treatment of obesity related diseases through more researches in the future with the obesity related nutrition education and of sanitation education. 본 연구는 대학생의 성격유형에 따른 비만도, 섭식태도 및 비만스트레스를 알아보기 위해 2009년 11월 2일~ 11월 19일까지 대전지역 일개대학 대학생을 대상으로 설문지를 배포하여 총 285부의 유효부수를 조사에 활용하였다. 각 문항에 대한 빈도분석 와 백분율, 교차분석을 이용하였고, 집단간 차이에 대한 유의성 검증을 위해 카이제곱 과 로지스틱 분석을 통해 다음과 같은 결론을 얻었다. 1. 대학생의 성격유형(A형,B형)에 따른 BMI는 카이제곱 분석을 한 결과 조대상자의 일반적 특성 통계적으로 유의하지 않아서, 성격유형에 따른 BMI 차이를 나타내지 않았다. 2. 대학생의 성격유형(A형,B형)에 따른 섭식태도는 카이제곱 분석을 한 결과 조대상자의 일반적 특성 통계적으로 유의하지 않아서, 성격유형에 따른 섭식태도의 차이를 나타내지 않았다. 3. 대학생의 성격유형(A형,B형)에 따른 비만 관련 스트레스는 카이제곱 분석을 한 결과 조대상자의 일반적 특성 통계적으로 유의하지 않아서, 성격유형에 따른 비만스트레스는 차이를 나타내지 않았다. 4. 섭식태도와 비만스트레스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을 로지스틱 분석한 결과 각각에 성격유형에 따른 차이를 나타내지 않았다. 본 논문은 대학생의 성격유형에 따른 비만도, 섭식태도, 비만스트레스에 차이가 있을것으로 예상하였으나, 연구결과 별 다른 차이를 보이지 않아 비만도, 섭식태도, 비만스트레스는 성격유형과 무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상의 결과에서 볼때 대학생의 성격유형과 비만도, 섭식태도, 비만스트레스는 무관한 것으로 판단되어 진다. 선천적인 성격유형과 비만과의 관계에 대한 다각적인 선행연구가 전무한 실정이므로 앞으로 보다 많은 연구를 통해 비만관련 영양 교육 및 보건교육, 나아가 비만관련 치료시 성격유형에 대한 고려가 이루어지기를 기대한다.

      • 대학생의 자기분화 및 자기효능감이 진로결정수준에 미치는 영향

        김영상 건양대학교 대학원 2009 국내석사

        RANK : 248623

        본 연구는 자기분화와 자기효능감이 대학생의 진로결정수준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여, 대학생의 진로지도를 위한 기초자료를 제공하는데 연구의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하여 중부권에 소재한 대학생 559명을 대상으로 자기분화 척도, 자기효능감 척도, 진로결정수준 검사를 측정하였고, 수집된 자료는 상관관계 분석, 단계적 중다회귀분석을 사용하여 분석하였다. 본 연구의 주요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자기분화는 대학생의 진로결정수준과 유의미한 정적 상관이 있었 으며, 단계적 중다회귀분석 결과 자기분화가 대학생의 진로결정수준의 변량을 어느 정도 설명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즉, 자기분화 수준이 높을수록 진로결정수준이 높게 나타났고, 자기분화 수준이 낮을수록 진로결정수준도 낮게 나타났다. 둘째, 자기효능감은 대학생의 진로결정수준과 유의한 정적 상관을 보였 으며, 단계적 중다회귀분석 결과 자기효능감이 대학생의 진로결정수준의 변량을 유의미하게 설명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즉, 자기효능감 수준이 높을수록 진로결정수준이 높게 나타났고, 자기효능감 수준이 낮을수록 진로결정수준도 낮게 나타났다. 이는 자기분화와 자기효능감이 대학생의 진로결정수준에 유의미한 영향을 미치는 변인으로 작용하고 있음을 보여준다. 이를 통해 대학생들이 호소하는 진로문제에 접근하고, 개입을 하는데 있어 함의를 제시하였고, 추후 연구 에서 연구되어야 할 내용에 대하여 논의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earch is to obtain basic knowledge to guide future career decision of undergraduates by explaining how self-differentiation and self-efficacy of undergraduate students affect their career decision level. To complete this search, Self-differentiation Scale Test, Self-efficacy Scale Test, and Career Decision Scale Test were taken to 559 undergraduates in central districts of South Korea. The data obtained by the three tests was explained by correlation analysis and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There are two consequences of this search. There was significant correlation(+) between self-differentiation level and career decision level.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revealed that self-differentiation level affected career decision level more or less. Therefore, It revealed that the higher the self-differentiation level was, the higher the career decision level was. Also, the lower the self-differentiation level was, the lower the career decision level was. Also, there was significant correlation(+) between self-efficacy level and career decision level.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revealed that self-efficacy level affected career decision level more or less. Therefore, It revealed that the higher the self-efficacy level was, the higher the career decision level was. Also, the lower the self-efficacy level was, the lower the career decision level was. To sum up, this search revealed that self-differentiation and self-efficacy contributed significant variables to affect career decision level. That is, this search helped approach career problems of undergraduates and produce significant meaning in mediation. Also, this search included discussion to need to be searched through further searches.

      • 한 대학병원에 입원한 저나트륨혈증 환자의 원인별 빈도와 원인 질환 및 교정 수액에 따른 혈중 나트륨 농도의 변화

        곽엄섭 건양대학교 대학원 2008 국내석사

        RANK : 248623

        배경 및 목적 : 저나트륨혈증은 흔한 전해질 장애로 치료 중 급속한 혈중 나트륨 농도 상승은 신경학적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Adrogue-Madias 공식은 저나트륨혈증 치료에 교정 수액 투여 시 혈중 나트륨 농도를 예측할 수 있어 임상에서 흔히 이용되고 있다. 저자들은 원인 질환과 교정 수액의 종류 별로 공식에 의해 유도된 예측한 혈중 나트륨 농도가 실제 측정한 혈중 나트륨 농도와 일치하는 지 연구하였다. 대상 및 방법 : 2004년 8월부터 2007년 8월까지 건양대학교 병원에 저나트륨혈증으로 원인 별 분류가 가능한 환자 97명을 대상으로 하였다. 일차성 나트륨 손실 군 (A)과 일차성 수분 획득 군 (B)으로 분류하였고 또한 교정 수액으로는 3% 이상 혹은 3% 미만의 식염수를 사용한 군을 추가 분류하였다. 원인 질환과 교정 수액에 따라 Androgue-Maidas 공식을 이용하여 첫 6시간 후 예측값과 실측값을 비교하였다. 결과 : 환자의 평균 연령은 69.7세이고 남녀비는 1:2.2이며 입원 시 평균 혈중 나트륨 농도는 116.7 mEq/L 였다. A군은 42명 (43%), B군은 55명 (57%)이었으며 각 군에서 3% 이상 혹은 3% 미만의 식염수를 사용한 군은 A군에서 4명, 38명이었으며 B군에서 9명, 46명이었다. A, B각 군에서 3% 이상의 식염수로 치료한 경우, 실측치와 예측치는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없으며 (A군 p=0.720, B군 p=427), 3% 미만의 식염수로 치료한 군에서는 예측치가 실측치보다 낮았다 (A군 p=0.007, B군 p=0.001). 결론 : 저나트륨혈증 교정 시 Adrogue-Madias 공식을 사용할 경우, 3% 미만의 식염수 투여할 때 예상보다 조기에 혈중 나트륨 농도가 상승될 수 있으므로 과교정되지 않도록 세심한 주의를 기울여야 할 것이다.

      • 대학생의 학습몰입, 대학생활 적응과 진로미결정의 관계분석 : 남녀 및 학년별 차이를 중심으로

        이우성 건양대학교 2012 국내석사

        RANK : 248623

        본 연구에서는 대학생의 학습 몰입, 대학생활 적응과 진로 미결정의 요인들 간에 어떠한 상호관계가 있고, 영향을 미치는지를 규명해보고자 하였으며, 진로상담에 있어서 다양한 미결정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학생들에게 이해를 증진시키고, 앞으로 새로운 미래를 형성해나갈 그들에게 어떤 관점으로 접근하는 것이 좋을 것인지 논의해 보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중부권지역의 한 4년제 대학의 대학생 총 212명을 대상으로 학습몰입, 대학생활적응, 진로미결정 척도를 사용하여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남녀 대학생간의 학습몰입과 진로미결정은 유의미한 차이가 없으며, 대학생활 적응은 남녀 대학생간의 유의미한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나, 남학생이 여학생보다 대학생활 적응을 더 잘한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둘째, 학년별로 학습몰입과 대학생활 적응 및 진로미결정은 유의미한 차이를 보였으며, 저학년인 1학년이 고학년인 3, 4학년보다 학습몰입과 대학생활적응을 잘하지 못하고 있으며, 진로결정에 있어서도 미결정상태인 것으로 나타났다. 셋째, 학습몰입, 대학생활적응과 진로미결정간의 관계는 유의미한 상관관계를 보였다. 넷째, 학습몰입과 대학생활 적응이 모두 진로미결정에 유의미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나 진로상담에 있어서 중요한 변인으로 작용할 수 있음을 시사할 수 있었다. 따라서 본 연구의 결과를 토대로 진로를 결정하지 못한 내담자와의 상담에 있어서 학습에 충분히 몰입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주는 것이 필요하며, 더불어 학습몰입을 통해 얻게 되는 몰입경험의 수준을 평가해주고, 그 몰입경험이 촉진되어 지속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진로 상담 프로그램을 개발해야할 것이다. 또한 기존의 연구들은 진로와 관련된 많은 변인들이 대학생활 적응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만 다루어졌으며, 상담 장면에 있어서도 대학생활 적응을 돕기 위하여 진로상담을 하는 경우가 대다수였다. 하지만 학교교육을 마치고 사회로 진출을 준비하는 과정에 놓여있는 대학생활에서 아직 진로를 결정하지 못한 진로미결정자들이 많으며, 대학에 들어와서 맞지 않는 환경적, 상황적 변화에 적응함에 있어 진로결정의 시기를 늦출 수 있다. 따라서 진로상담의 과정에 있어서 대학생활 적응과 관련된 변인들이 상담에서 다루어져야할 것이다. * 주요어 : 학습몰입, 대학생활적응, 진로미결정, 진로상담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