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유아 어머니와 외할머니 세대의 자녀관련 인식 비교

        박영신(Young Shin Park), 김의철(Ui Chol Kim), 김미숙(Mi Sook Kim) 한국심리학회 2012 한국심리학회지: 문화 및 사회문제 Vol.18 No.1

        이 연구의 주된 목적은 유아 어머니와 외할머니 세대의 자녀와 관련된 인식을 비교 분석하는데 있다. 이를 위해 이상적인 자녀 수, 자녀의 성별에 대한 선호도, 노후부양에 대한 기대, 자녀가치를 중심으로 집단별 비교를 하였다. 또한 유아 어머니와 외할머니 세대집단별로 현재의 자녀 수에 영향을 미친 긍정적이고 부정적인 자녀가치 인식을 분석하였다. 최종 분석대상은 총 442명으로서, 유아 어머니 집단 221명과 그들의 어머니인 외할머니 집단 221명이었다. 유아 어머니와 외할머니의 평균 연령은 각각 35.36세, 63.27세였다. 측정도구는 김의철, 박영신, 권용은(2005)의 질문지에 토대하여 연구자가 제작하였으며, Cronbach α=.78-.91이었다. 분석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이상적인 자녀 수에 대한 인식에서 유의한 차이가 있었는데, 유아 어머니는 2명을, 외할머니는 4명을 가장 많이 지적하였다. 이상적인 아들 수에 대한 인식에서도 유아 어머니는 1명을, 외할머니는 2명을 가장 많이 지적하였다. 둘째, 자녀의 성별에 대한 선호도에서, 유아 어머니는 아들이든 딸이든 상관없다는 인식을, 외할머니는 아들이 1명은 있어야 한다는 인식을 가장 많이 하였다. 또한 한 자녀만 낳을 때, 유아 어머니는 아들이든 딸이든 상관없다는 반응이 대부분이었으나, 외할머니는 반드시 아들을 원한다는 반응이 거의 반수에 가깝게 가장 많았다. 셋째, 외할머니가 유아 어머니보다 아들의 노후부양에 대한 기대가 높았다. 그러나 두 집단간에 딸의 노후부양에 대한 기대에서는 차이가 없었다. 넷째, 유아 어머니와 외할머니 집단은 긍정적 자녀가치와 부정적 자녀가치에서도 매우 유의한 차이가 있었다. 자녀를 가지면 좋은 점으로서, 유아 어머니는 외할머니보다 심리적 즐거움이나 행복과 같이 개인적 측면, 가족 결속력의 증진이나 가족공동체의 형성과 같은 가족관계적 측면을 더욱 강조하였으며, 외할머니는 유아 어머니보다 가문을 잇는다든가 노후대책과 같은 사회적 측면을 더욱 강조하였다. 한편 자녀를 가지면 어려운 점으로서, 유아 어머니는 외할머니보다 부모역할 부담과 같은 개인적 측면을 더욱 강조하였으며, 외할머니는 유아어머니보다 가정불화나 가족관계 악화와 같은 가족관계적 측면을 더욱 강조하였다. 다섯째, 현재 자녀 수에 영향을 미친 자녀가치를 분석한 결과, 유아 어머니 집단 경우에 경제적 부담과 같은 부정적 자녀가치가 의미있는 변인으로 작용하였다. 반면에 외할머니 집단 경우에는 가문을 이음과 같은 긍정적 자녀가치가 영향력 있는 변인으로 나타났다. The research investigates the attitudes toward children among mothers young children and maternal grandmothers, focusing specifically on the ideal number of children, gender preference, old age security and positive and negative values of children. A total of 442 respondents, consisting of 221 young mothers (average age of 35) and 221 maternal grandmothers (average age of 63) completed a questionnaire developed by Kim, Park and Kwon (2005). The reliability of the scales ranged from Cronbach α of .78 to .91. The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as for the ideal number of children, young mothers reported that they would prefer two children, while grandmothers reported that they would prefer four children. As for the ideal number of male child, young mothers reported that they would prefer that they would prefer one son, while grandmothers reported two sons. Second, as for the gender of the child, young mothers did not show a gender preference, while grandmothers stated that at least one child should be a son, especially if it is the only child. Third, grandmothers had higher expectation of old age security in their male child than young mothers but two groups did not show any difference for the female child. Fourth, as for positive values of children, young mothers were more likely to emphasize personal aspects (i.e., psychological pleasure and happiness) and family cohesiveness, while grandmothers were more likely to emphasize social aspects (i.e., continuing the family line and old age security. As for negative values of children, young mothers were more likely to emphasize personal aspects (i.e., parental role and responsibility), while grandmothers were more likely to emphasize social aspects (i.e., family conflict and relationship). Fifth, as for factors that influenced the number of children that they decided to have, young mothers were more likely to report negative values of children (i.e., financial constraints), while grandmothers were more likely to emphasize positive values of children (i.e., continuing the family line).

      • KCI등재

        영유아 안전 관련 학술연구의 동향 및 내용 분석: 2010년~2017년

        성미영(Mi-Young Sung), 정현심(Hyun-Sim Jung), 이서경(Seo-Kyeong Lee) 한국콘텐츠학회 2018 한국콘텐츠학회논문지 Vol.18 No.6

        본 연구에서는 2010년부터 2017년까지 국내 KCI 등재지 및 등재후보지에 게재된 영유아 안전 관련 학술연구의 동향 및 내용을 분석하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2010년부터 2017년까지 국내 KCI 등재지 및 등재후보지에 게재된 영유아 안전 관련 연구 총 75편을 분석대상으로 선정하였다. 논문은 SPSS Win 23.0 프로그램을 사용하여 빈도와 백분율, 카이검증을 사용해 분석하였다. 본 연구의 주요 결과는 첫째, 영유아 안전관련 논문은 2016년과 2017년 가장 많이 게재되었고, 영아 안전과 관련된 연구가 가장 적었다. 다음으로 연구유형은 41편의 논문이 실천연구로 나타났고, 기초연구, 기타 순이었다. 연구방법의 경우에는 절반 이상의 논문이 양적연구방법에 의해 수행된 것으로 나타났다. 주제어의 경향을 살펴본 결과, 안전교육, 안전지식, 안전사고 등의 주제어가 중요한 주제어로 제시되었다. 본 연구의 결과는 영유아 대상 안전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영유아 안전의 중요성이 더욱 강조되는 상황에서 영유아 안전 관련 연구 동향과 내용을 분석하여 안전교육의 필요성을 제시해주었다는 점에서 의의를 가지며, 안전 관련 후속연구에서 추가적인 연구가 필요한 재난안전과 같은 연구주제 탐색에 대한 기초자료를 제공하는 역할을 담당할 것으로 예측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trends and contents of the research related to young children safety published in the domestic KCI and the candidate journals from 2010 to 2017. To analyze this, we selected 75 articles related to safety for young children published in the KCI and candidate journals from 2010 to 2017. A total of 75 papers were analyzed for frequency, percentage and χ² using the SPSS Win 23.0 program. The main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the articles related to young children safety were published the most in 2016 and 2017 and related to infant safety were the least. Next, more than half of the research methods were conducted by quantitative research methods.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meaningful in that it presents the necessity of safety education by analyzing trends and contents of research related to young children safety in situations where safety accidents for young children are frequent and the importance of young children safety is more emphasized. It is expected that this research will provide basic data on research topics such as disaster safety who need further research.

      • KCI등재

        유아 성격이 의사결정력과 창의적 행동특성에 미치는 영향력 분석

        최미숙 ( Mi Sook Choi ), 박지영 ( Ji Young Park ) 한국생태유아교육학회 2015 생태유아교육연구 Vol.14 No.2

        본 연구는 유아 성격이 의사결정력과 창의적 행동특성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는데 목적을 두고 실행되었다. G와 J지역 433명의 만 3-5세 유아를 대상으로 성격, 의사결정력, 창의적 행동특성을 측정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SPSS/PC 21.0을 이용하여 Pearson 적률상관계수를 구하고, 단순회귀분석을 실시하였다. 그 결과 첫째, 성격은 의사결정력과 밀접한 관련을 보였으며 성격 중 성실성, 외향성, 정서적 안정성 순으로 정적 예측관계를 보였다. 둘째, 성격은 창의적 행동특성과도 의미 있는 관계를 보였으며 성격 중 개방성, 외향성, 성실성 순으로 정적 예측관계를 보였다. 결과적으로 유아의 성격이 의사결정력과 창의적 행동특성을 예측하는 중요한 변인임을 알 수 있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relationship between personality in young children and their decision making ability and creative characteristic. The study administered to 433 3-to 5-year-olds the Personality Inventory for Young Children(Choi & Park, 2013), The Children`s Decision Making Ability(Park, 2012) and The Rating Scale for Creative Characteristics of Preschoolers(Lee, Kim & Shin, 2002). The collected data were analyzed by Pearson correlation and simple regression techniques using the SPSS statistics program. The conclusions are as follows: First, personality in young children exhibited a positive correlation with their decision making ability. The conscientiousness, extraversion, and emotional stability of young children showed a positive relation with decision making ability. Second, personality in young children exhibited a positive correlation with their creative characteristic. The openness, extraversion, and conscientiousness of young children showed a positive relation with rating scale for creative characteristics of young children. As a result, personality in young children was a important variable in predicting their decision making ability and creative characteristic.

      • KCI등재

        한국과 중국 부모가 지각한 유아의 성격강점 비교 분석

        박영아 ( Young Ah Park ), 이미나 ( Mi Na Lee ) 한국유아교육학회 2014 유아교육연구 Vol.34 No.6

        This research compares and analyses character strengths of Korean and Chinese young children. Parents of 172 young children in kindergartens and childcare centers in Seoul, Korea and parents of 145 young children in kindergarten in Yangzhou, China were requested to freely describe their children's character strengths. The parents' descriptions were then categorized according to the VIA (Values in Action) Classification to compare the descriptions of Korean and Chinese young children and to see if there were any gender differences. The results reveal that Korean young children were often described as having social intelligence, vitality, kindness, love of learning, self-regulation as representative signature strengths, while the parents of young Chinese children more often described them as showing vitality, social intelligence, bravery, kindness and self-regulation as their representative signature strengths. Moreover, at the top of the VIA 24 character strengths, both Korean and Chinese young children showed self-forgetfulness. Also, ambition was frequently noted in Korean young children, while composure was frequently noted in Chinese young children. In terms of gender differences, Korean boys had more frequent mentions of curiosity, vitality and self-regulation than did Korean girls, and Korean girls were more frequently cited for their open-mindedness, love of learning, bravery and social intelligence than were Korean boys. Chinese boys were more frequently noted for their curiosity and vitality than were Chinese girls, and Chinese girls were noted more for their kindness and self-regulation than were Chinese boys. 본 연구는 한국과 중국의 4-5세 유아가 가진 성격강점을 비교 분석하였다. 한국에서는 서울시에 위치한 유치원과 어린이집에 다니는 유아 172명, 중국에서는 장쑤성 양저우시에 위치한 유치원에 다니는 유아 145명을 연구대상으로 하여 부모에게 자녀의 성격강점에 대해 자유롭게 기술해줄 것을 요청하였다. 부모가 기술한 내용은 VIA(Values in Action) 분류체계의 24개 성격강점을 기준으로 범주화하였다. 그 결과 VIA 24개 성격강점 중 영성을 제외한 23개 성격강점을 확인하였고, 추가적으로 한국과 중국 유아 공통적으로 주도성과 무욕, 한국 유아에게서 포부, 중국 유아에게서 여유를 새로운 성격강점으로 발견하였다. 두 국가 간 대표 강점을 비교해보면 한국 유아는 사회성, 활력, 친절, 학구열, 자기조절이 대표 강점인 것으로 나타났고, 중국 유아는 활력, 사회성, 친절, 자기조절, 주도성이 대표 강점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성별 차이를 살펴본 결과 한국은 호기심, 활력, 자기조절에서 남아가 여아보다 빈도가 높게 나타났고 개방성, 학구열, 용감함, 사회성은 여아가 남아보다 빈도가 높았다. 또, 중국은 호기심과 활력에서 남아가 여아보다 빈도가 높게 나타났고 친절과 자기조절은 여아가 남아보다 빈도가 높았다. 본 연구는 다른 발달 시기와 구별되는 유아기 고유의 성격강점이 어떠한지를 밝히고, 문화적 특성이 유아의 성격강점에 어떻게 반영되어 나타나는지를 탐색하였다는 데 의의가 있다.

      • KCI등재

        유아문학 관련 연구의 결과 분석

        채미영(Chae, Mi-Young) 한국열린유아교육학회 2012 열린유아교육연구 Vol.17 No.5

        본 연구는 『열린유아교육연구』에 게재된 유아문학 관련 연구 28편을 연구결과를 중심으로 분석하여 연구의 의의를 탐색하고 시사하는 바에 대하여 논의하였다. 분석결과, 첫째, 문학의 형식과 내용을 분석한 연구들은 유아가 선호하는 그림책의 형식을 밝히고, 시대 사조인 포스트모더니즘 문학의 틀로 그림책을 분석하여 연구의 지평을 넓혔다. 또한 그림책의 표면적 이야기 속에 다양한 의미가 함축되어 있으며, 상징적 의미를 분석하기 위하여 다양한 이론 체계를 활용할 수 있음을 보여주었다. 둘째, 문학교육연구들은 문학교육의 대상이 유아뿐만 아니라 영아와 다문화가정 어머니들까지 확대되고 있다. 교수-학습 활동에 관한 연구들은 창의적인 글쓰기를 지원하는 방법의 하나로 예술적 표현활동과 연계한 책 만들기 활동을 추천하고 있으며, 독창적인 이야기 만들기를 가능하게 하는 극놀이 활동 방법을 제시하고 있다. 문학교육의 질을 높이기 위하여 전자매체와 패러디 동화를 활용할 것과 지역사회자원과의 연계 시스템을 구축할 것을 제안하고 있다. In this study, I analyzed 28 pieces of articles on young children"s literatures published in the Journal of Korean Open Association for Early Childhood Education from 2006 to 2010. The results of this study were as follows: First, articles on story structure of picture books showed preferences of young children about story structure. In some articles, authors analyzed that Anthony Browne"s picture books is based on postmodernism. They then presented that his books allow young children to experience the trend of time and encourage them to tell their own stories creatively. In some articles analyzing the meaning of picture books, authors concluded that the picture books for young children have metaphor in stories. Second, the theme of articles on literature education for young children were about infants and mothers with multi-cultural backgrounds as well as young children. Authors recommended authoring, illustrating a collage storybook, and dramatizing childern's own stories for inventive writing. Hence they suggested that to improve literature education for young children we need to try to integrate Information Communication Technology into activities, use parody tales and books in a public library.

      • KCI등재

        영아반과 유아반 보육교사의 직무스트레스와 직무만족도에 관한 연구

        민혜영 ( Hea Young Min ), 윤미정 ( Mi Jung Yoon ) 미래유아교육학회 2011 미래유아교육학회지 Vol.18 No.3

        이 연구는 영아기와 유아기 담당연령 별 보육교사의 직무스트레스와 직무만족도의 차이를 알아보고자 실시하였다. 연구대상은 서울, 경기, 인천에 위치한 40개 어린이집에 재직 중인 교사 280명이었으며, 설문을 통해 회수된 응답에 대한 자료 분석은 담당연령 별 직무스트레스와 직무만족도의 차이는 t-test, 직무만족도에 미치는 담당연령 별 직무스트레스의 영향력 분석을 위해 회귀분석을 실시하였다. 본 연구결과 첫째, 영아반과 유아반 보육교사의 직무스트레스 경향은 유아반 보육교사가 영아반 보육교사보다 업무관련 요인, 행정적 지원 요인에서 높게 나타났고, 학부모 관련 요인에서는 영아반 보육교사가 더 높게 나타났다. 둘째, 담담연령 별 보육교사의 직무만족도는 유아반 보육교사가 가치적 요인과 외재적 요인 만족도에서 더 높은 점수를 나타났다. 셋째, 담당연령 별 보육교사의 직무만족도에 미치는 직무스트레스의 영향력은 영아반과 유아반 보육교사 모두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This study was to identify the tendency of job satisfaction focusing on the job stress of childcare teachers in toddler class and young child class. Subjects of this study were 280 childcare teachers working in 40 nurseries located in Seoul, Gyeonggi, Incheon provence. The survey of this study was composed of questions for general characteristic of teachers and used rating scale for job stress and job satisfaction of the childcare teachers in toddler class and young child class. The collected data was analyzed according to t-test and regression analysis. Results were summarized as follows. Firstly, the overall tendency of job stress for childcare teachers in toddler class and young child class was that the childcare teachers in young child class appeared higher than the childcare teachers in toddler class. It means that the childcare teachers in young child class have more stress in their job. Secondly, the overall tendency of job satisfaction for childcare teachers in toddler class and young child class was that the childcare teachers in young child class appeared higher than the childcare teachers in toddler class. It means that the childcare teachers in young child class satisfy their job. Thirdly, job satisfaction of the childcare teachers in toddler and young class was influences by job stress.

      • SCIESCOPUSKCI등재
      • KCI등재

        칠교를 활용한 유아 기하능력 수행평가 준거 개발

        김미화(Kim, Mi-Hwa), 김영실(Kim, Young-Sil), 김정실(Kim, Jung-Sil) 한국열린유아교육학회 2012 열린유아교육연구 Vol.17 No.5

        본 연구의 목적은 유아교육기관의 자유선택활동시간에 만 3, 4, 5세 유아 활동을 관찰하여 평가할 수 있는 기하능력 평가 준거를 개발하고 이를 현장에 적용하여 그 타당도를 확인하는 것이다. 유아 기하능력 수행평가 준거 개발을 위해 유아 기하 교육과정, 유아 기하 교육 내용 및 유아 기하 능력 평가 관련 선행 연구를 분석하고 이에 기초하여, 기하 교육 영역 관련 칠교과제를 0~9수준, 총 10 수준의 준거를 개발하였다. 개발한 칠교과제는 내용타당도 검증을 거친 후, 김지영(2004)의 “NCTM의 수학교육 내용 기준에 근거한 유아수학능력 평가도구” 중 기하검사와의 공인타당도 분석을 하였다. 연구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본 연구에서 개발한 칠교 활동을 통한 유아 기하 능력 수행평가 준거 구성을 살펴본 결과 각 3세~5세 연령별로 유아의 기하능력 수준 분포가 고르게 나타났다. 둘째, 본 연구에서 개발한 칠교 활동을 통한 유아 기하 능력 수행평가 준거의 공인타당도 분석 결과, 적절한 타당성을 갖춘 것으로 나타났다. 공인타당도 검증을 실시한 결과, 전체 유아의 기하 능력은 .983으로 높은 상관을 보였으며 연령별 각각 만 3세는 .960, 만 4세는 .972, 만 5세는 .873으로 연령별로 높은 상관을 보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develop a criteria for evaluating 3, 4, 5-year-old children"s geometrical performance capabilities and apply it to the fields. Intense observations and research were done while young children were doing their individual activities at early childhood educating institute. Based on the analysis of a number of studies on the evaluation of young children"s geometrical capabilities as well as geometrical curricula for young children, a set of draft criteria of 10 levels was developed The concurrent validity test was done to find out a correlation between the young children"s geometrical performance evaluating criteria and the “mathematics capability evaluation tool for young children on math education content standard of NCTM” developed by Ji-Young Kim(2004).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1. This study shows valid results on young children"s geometrical performance evaluating criteria through Chil-gyo activities. 2. On the consideration of results of concurrent validity test of young children"s geometrical performance evaluating criteria through Chil-gyo, this study shows enough feasibility as a useful assessment system. Furthermore, a concurrent validity test between the criteria and “mathematics capability evaluation tool for young children on math education content standard of NCTM” developed by Ji-Young Kim(2004) was done, which showed high levels of correlation, producing the coefficients of .960 for 3-year-old group, .972 for 4-year-old group, .873 for 5-year-old group and of 983 for total children.

      • KCI등재후보

        유아의 애착유형과 정서조절 및 사회적 유능성

        이은순(Eun Soon Lee), 황미영(Mi Young Hwang), 김영희(Yeong Hee Kim) 충북대학교 생활과학연구소 2009 생활과학연구논총 Vol.13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dentify the impact of attachment styles on social competence mediated by emotional regulation among young children. The subjects of this study were 283 mothers who had three to five year old children and it was drawn from four kindergartens located in Cheongju, Chungju, and Jecheon. Data were analyzed by factor analysis and Cronbach's α with SPSS Win program. Additionally, the theoretical model was specified and estimated based on previous literature. The model was tested through the analysis of correlation matrix in LISREL VIII package using maximum likelihood estimation. The findings of the study were as follows: 1) Young children's secure attachment style directly varied their social competence which was categorized into four dimensions including leadership, reciprocity, non-cooperation, and avoidance. The study result showed that young children with secure attachment was more likely to perform leadership in their peer relationship, and to show positive reciprocity in their interaction with peers and teachers. 2) Young children's secure attachment style, mediated by internal and external regulation of emotion, indirectly predicted their social competence. Specifically, leadership and reciprocity of social competence were indirectly explained. 3) Unlike secure attachment style, young children's insecure attachment style did not have a direct effect on their social competence. The result indicated that insecure attachment style did not explain any type of young children's social competence. 4) Despite the outcome in relation to the direct relationship between insecure attachment style and social competence, insecure relationship indirectly predicted their social competence through a mediating effect of external regulation of emotion. Insecure attachment made a young child to be not cooperative by causing difficulties in external regulation of emotion. 5) As well as external regulation, internal regulation of emotion also mediated the relationship between insecure attachment and social competence among young children. Young children's insecure attachment style increased the degree of their non-cooperation and avoidance by deteriorating ability of internal regulation of emotion.

      • KCI등재

        산책활동 경험이 이끌어 주는 유아의 몸과 마음의 세계

        이정금(Lee Jung-Geum), 김영란(Kim Young-Rhan), 강효정(Kang Hyo-Jung), 한미라(Han Mi-Ra), 임부연(Lim Boo-Yeun) 한국열린유아교육학회 2007 열린유아교육연구 Vol.12 No.1

        본 연구는 유아들이 산책활동을 통해 가지게 되는 독특한 경험양식을 주의 깊은 관찰과 경청을 통해 질적으로 연구해보는 것을 목적으로 하였다. 산책활동이 일상적인 생활로 이루어지는 두 유아교육기관 만5세 유아를 대상으로 비디오 촬영과 연구일지로 자료를 수집하였다. 본 연구에서 산책활동 경험은 그동안 현대 유아교육에서 간과 해온 자연의 의미와 중요성을 다시 생각하게 하는 기회를 제공하였으며, 특히 유아들은 자연과 만나면서 그들의 몸과 마음을 매우 특별하고 창의적인 방법으로 활용하고 확장하는 능력을 보여주었다. 산책활동을 통해 유아들이 구조화된 실내외 교실에서 경험할 수 없는 독특한 몸의 감각과 인지작용을 가능하게 함으로써 보다 높은 단계로 나아가는 학습능력 그리고 자연적 능력과 사회적 능력을 동시에 보여 주었다. 이러한 점에서 본 연구는 자연이 주요한 교육적 화두로 등장하는 오늘날 유아교육기관에서 유아의 풍부한 경험세계를 확장하는 좋은 활동의 예로써 산책활동에 보다 귀 기울이고 적극적으로 활용할 것을 제안하였다. This study aims at looking closely young children's experiential world observed through San-Check, a walking activity in nature. The researcher particularly focused on how young children build experiences in nature which are totally different from their structured classroom, and their competence in dealing with many stimuli and materials found in nature. Two classes of five-year-olds which do a walking activity on a daily basis were selected. Data were collected from direct observation of children's walking activity from June 2006 to September 2006. The researcher went to each school at least once a week to participate in the walking activity which lasted 2-3 hours or almost a half day before lunch time. The study revealed that young children construct their experiences in very creative and unique ways and are extremely competent in using their bodies and thoughts in nature. Children demonstrated a striking ability to use their bodies through their sensory organs and became more sensitive and intellectual. Children also displayed diverse ways of thinking ways that are more creative, alive and intellectual than those demonstrated in structured classrooms. Children's thinking skills became more imaginative, explorative, and sympathetic towards wildlife. This study suggests that a walking activity in an early childhood institution should be viewed as an educational activity that helps young children use their somatic senses in more intellectual ways. This study suggests that a walking activity like San-Check should be more actively considered to help young children's experience become more healthy, spiritual, and intellectual.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