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응모하기
      확인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일반논문 : 김정은 체제의 구축과 변화전망

        박종문 ( Jong Moon Park ) 이실학회(구 한국경찰이론과실무학회) 2012 경찰연구논집 Vol.10 No.-

        북한을 철권통치 했던 김정일이 사망하면서 아들인 김정은이 3대 권력을 세습하였다. 3년이라는 짧은 후계수업 기간과 권력기반마저 미약하여 많은 우려를 자아냈으나, 현재까지 별다른 어려움 없이 최고사령관과 당 제1비서, 당 중앙군사위원장,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으로 추대되면서 북한의 최고 지도자가 되었다. 김정은은 아버지와 달리 TV생중계와 공개연설 그리고 스킨십 등으로 대중 친화적이고 새로운 정치스타일을 보이면서 긍정적인 북한의 변화를 예측하게 하는 한편 공개연설을 통해 김일성 주체사상과 김정일의 선군정치를 계승·발전시켜 군사강국·경제강국을 달성하겠다는 다짐과 장거리 미사일을 발사하고 핵개발을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앞으로 김정은은 체제 안정을 위하여 대내적으로 군부세력을 관리하고 당의 권한을 강화시켜 지도력을 강화하고, 주민의 생활을 개선과 경제난국을 타개하기 위한 경제정책을 펼칠 것이다. 대외적으로는 국제적인 고립을 피하고 정권의 존속을 위하여 절대적인 후원국인 중국과 협조관계를 공고히 하고, 미국에 대해서는 한국을 배제한 채 강온정책으로 평화협정 채결과 경제지원을 받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 또 한국에 대해서는 이명박 정부의 ``원칙 있는 대북정책``에 극도로 반감을 표출하고 있어 현 정권에서는 대남강경정책을 펼치다가 차기 정부와는 새로운 돌파구를 찾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2012년은 한국의 대통령 선거를 비롯한 한반도 주변 주요국들의 정권교체가 있는 해로서 김정은 체제의 안정성과 향후 대내외정책에 따라 동북아와 한반도의 평화에 절대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다. 따라서 북한의 대내외 정책 변화를 신속정확하게 파악하고 국제사회와 긴밀한 협력으로 김정은의 군사적 모험주의에 대비하고 북한의 경제 개선전략을 지원함으로써 갈등과 대립에서 협력과 공동번영의 한반도로 거듭나야 할 것이다. Immediately after his father Kim Jong-il`s death, the younger Kim Jong-un was hailed as “the great successor”. Even though some of experts expressed their concerns that Kim Jong-un took only 3-year-class to be a successor and his political background was not strong enough, without any difficulty, he has held the titles of the First Secretary of the Workers` Party of Korea, the Chairman of the Central Military Commission, First Chairman of the National Defence Commission of North Korea and the Supreme Commander of the Korean People`s Army. And also he was officially declared the supreme leader of North Korea. 57) Kim Jong-un shows that he has new and public-friendly style of leadership which is different from that of his father. This implicates that North Korea will change in a positive way. He made his first public speech as North Korea marked the 100th anniversary of the birthday of Kim Il-sung on 15 April, praising the “military first” doctrine and emphasizing the need of economic growth. A few months into his leadership, North Korea launched a long-range missile which it said would put a satellite into orbit. It shows that Kim Jong-un will not give up reinforcing North Korea`s nuclear capability. In the future, Kim Jong-un will control military authorities, strengthen his leadership and push ahead economic policy to overcome financial difficulties internally. Externally, he will cement friendly relations which have existed between North Korea and China to avoid international isolation and maintain his regime. In addition, he will try to conclude a peace treaty between North Korea and the United States and demand economic aid. Regarding South Korea, Kim Jong-un has antagonism toward policy of Lee Myung-bak administration on North Korea. Therefore he has taken his hard-lined offensive movements against South Korea and he may shift to more moderate policy toward South Korea in the next government. In particular, there will be some of important events this year, such as an upcoming presidential election in South Korea and change of government in other neighboring countries. The stability and internal/external policy of North Korea will have a strong influence on peace of Northeast Asia and Korean peninsular. In conclusion, South Korea should analyze the whole situation of North Korea promptly and accurately, cooperate with the U.S., China and the International Society, develop national security strategy against Kim Jong-un`s “military first” doctrine and support the economic development plan of North Korea. By doing so, the relationship between South Korea and North Korea will be improved for the better.

      • 기획논문 : 고령지역 사상(思想)의 특징과 사적(史的) 전개(展開) ; 만구(晩求) 이종기(李種杞)의 성리학적 입장에 대한 검토 -한주학파(寒洲學派)와의 논변을 중심으로-

        임종진 ( Jong Jin Lim ) 경북대학교 퇴계학연구소 2008 퇴계학과 유교문화 Vol.43 No.-

        본 논문은 19세기말 영남의 성리학자인 李種杞의 성리학적 입장을 살펴보는 것이 주된 목적이다. 性理學에 대한 이종기의 입장은 그의 문집 속에 들어 있는 소논문들, 李震相과 그의 제자 및 다른 성리학자들과 주고받은 편지 등을 통해서 알 수 있다. 이러한 글 속에서 이종기는 여러 성리학적 주제들과 관련된 자신의 입장을 피력하였다. 그런데 이러한 자료들을 분석해 보면, 이종기는 크게 두 측면에서 자신의 성리학적 입장을 드러내 보이고 있다. 첫 번째 측면은 기호학파의 대표적인 인물인 李珥의 성리학적 입장에 대한 비판을 통해서 退溪學派로서의 자신의 사상적 좌표를 명확하게 설정하였다는 점이다. 두 번째 측면은 퇴계학파 내에서의 성리학적 입장과 관련되어 있다. 이점과 관련해서는 이종기와 이진상을 비롯한 寒洲學派(許愈, 尹胄夏, 郭鍾錫)와의 논변을 주목할 필요가 있다. 본 논문에서 주로 다루고자 하는 것은 바로 이 부분이다. 理氣論과 心性論을 중심으로 해서 이 부분에 대한 이종기와 한주학파의 성리학적 차이점을 드러내 보이면, 자연스럽게 당시 퇴계학파 내에서 이종기의 성리학적 입장이 가지는 의미와 평가가 도출될 수 있을 것이다. 먼저 理氣論과 관련해서 살펴보면, 양측 모두는 기본적으로 朱熹와 이황에서 비롯된 主理論의 입장을 표방하고 있다. 그러나 한 걸음 더 나아가면 여러 가지 주제에서 차이를 보이고 있다. 요컨대 한주학파는 보다 주리적인 측면을 부각시켜 리와 기의 차별성을 강조하려는 입장이라면, 이종기는 리와 기의 조화와 공존의 측면을 보다 강조하려는 입장이다. 心性論과 관련해서도 한주학파는 心卽理說을 주창함으로써 이황의 心合理氣說을 고수한 이종기와 대립하였다. 그런데 이러한 양측의 입장 차이는 쉽게 해소될 수 없는 구조적인 문제이기도 하다. 왜냐하면 첫째는 朱熹와 같은 성리학자들의 이론 자체에서 발견되는 부정합성의 문제 때문이고, 둘째는 한 성리학자의 이론에 내재된 다면적인 함의 중에서 어떤 측면을 중요하게 보는가하는 문제가 계속 남기 때문이다. 이제 이종기의 성리학적 입장과 관련해서 약간의 평가를 덧붙이고자 한다. 이종기는 기본적으로 李滉의 理氣互發說과 심합리기설의 입장을 성리학 이해의 근간으로 삼고있다. 그렇기 때문에 지나치게 理發ㆍ氣發만을 강조하는 성리학적 입장에 대해서는 회의적이었다. 이러한 입장은 물론 기호학파의 主氣論에 대한 비판이 보다 큰 비중을 차지하지만, 한편으로는 퇴계학파의 주리론이 후대로 내려오면서 점차 리 위주로 모든 것을 해석하려는 경향에 대한 퇴계학파 내부의 자기반성적 태도와도 관련되어 있다. 이러한 측면에서 본다면, 이진상을 중심으로 하는 한주학파가 理優位論을 근간으로 하는 觀念(idea) 위주의 理想主義的입장에서 퇴계학을 계승했다면, 이종기는 상대적으로 氣의 존재론적 위상에 좀 더 주목하여 종래 퇴계학파의 性理思想을 보다 현실적인 입장으로 이동시켜 사상적 균형성을 회복하려는 태도를 견지한 `退溪學의 現實主義的 繼承者`라고 부를 수 있을 것이다. The main object of this article is to look over the Neo-Confucian position of Lee Jong-Gi, a Confucian scholar of Youngnam area in the late nineteenth century. His position on Neo-Confucianism can be figured out through some small articles in his collection of works and his correspondences with Lee Jin-Sang and his disciples and other scholars. In these works, we can see that Lee Jong-Gi had revealed his position to the various Neo-Confucian issues in two large aspects. The first aspect is that by way of taking critical stance on the Neo-Confucian position of Lee I, the representative figure of the school of Giho, he, as a scholar of the school of Toegye, established clearly his stance of thought. The second aspect is related to his position within the school of Toegye. In regard to this point, it is necessary to pay attention to his argument with the school of Hanju represented by Lee Jin-Sang. This article mostly deals with this part, and thereupon meaning and evaluation about Lee Jong-Gi`s Neo-Confucian position can be drawn naturally. First of all, if we look into the theory of li[principle]-ki[material force], both sides basically took the position of the theory of Juli[主理論] which was originated by Chu Hsi and Lee Hwang. However, if we take one step further, we can see that they revealed some differences in many issues. For example, while the school of Hanju(Lee Jin-Sang and his disciples like Heo Yu, Yun Ju-Ha, Kwak Jong-Seok) tried to emphasize the distinction between li and ki by way of revealing more the aspect of Juli, Lee Jong-Gi tried to emphasize the harmony and coexistence of li and ki. In regard to the theory of human mind and nature, the school of Hanju, by advocating the theory that human mind is li[心卽理說], tookdifferent stance against Lee Jong-Gi who held fast to Lee Hwang`s theory of human mind as the integration of li-ki[心合理氣說]. Yet, the difference of both positions is at the same time a kind of structural problem that cannot be dissolved easily. It is due, first, to the disparity discovered from the theory itself of Neo-Confucian scholars such as Chu Hsi, second, to the fact that there still remains a problem that among various immanent implications of a scholar which aspect is to be considered most importantly. At this point, we need to add some evaluation in regard to Lee Jong-Gi`s Neo-Confucian position. Basically he got his root of Neo-Confucian understanding from Lee Hwang`s theory of co-arousal of li-ki[理氣互發說] and theory of human mind as the integration of li-ki. Therefore, he was skeptical to the Neo-Confucian position that had excessive emphasis on the arousal of li[理發] and the arousal of ki. This kind of position as well as the critique of the theory of Juki[主氣論] of the school of Giho has a much greater deal of weight, but in the meanwhile it is related to self-reflective attitude within the school of Toegye against the tendency to interpret everything mostly with regard to li. This tendency had been developed as the theory of Juli of the school of Toegye had been handed down to later generations. From this aspect, we can see that while the school of Hanju led by Lee Jin-Sang had taken over Toegye Studies form the idealistic position centered on idea based on the theory that li is superior, Lee Jong-Gi can be called `a realistic successor of Toegye Studies` who adhered to the position to recover the equilibrium of thought by way of moving the school of Toegye`s traditional Neo-Confucian thought into more realistic position after paying more attention relatively to the ontological location of ki.

      • 김정은 건강이상설과 북한붕괴론에서 나타난 언론보도의 문제점과 교훈

        송승종 ( Seong Song-jong ) 한국군사학회 2020 군사논단 Vol.102 No.-

        North Korea’s notorious dictator Kim Jong-un disappeared for around twenty days since the 11th of April, prompting widely spreaded rumours running the gamut from ‘cardiac or cardiovascular surgery,’ ‘vegetative situation,’ ‘99% sure of Kim’s death,’ ‘unable to walk or stand up by himself’ to ‘Power Succession by Kim Yo-jong (his biological sister).’ All the report turned out to be ‘fake news’ as Kim Jong-un made the first appearance after a prolonged hiatus at a May Day celebration, where he was pictured waving hands, laughing and smoking. Even it was known that some local medias stopped short of releasing the ‘sudden death of Kim Jong-un’ articles on the internet. Both South Korean and the U.S. governments bent their backwards to deny the speculations that Kim Jong-un was gravely ill after heart surgery. But such statements were misinterpreted as an attempt to temporarily paper over the serious situation of Kim Jong-un’s overall health. The first shot that triggered cascades of false reports seemed to have been fired by CNN’s ‘exclusive report’ which claimed that he was in “in grave danger after undergoing a previous surgery,” citing “a US official with direct knowledge.” After CNN’s report, Yomiuri-Shimbun, Shūkan Gendai (週刊現代, Modern Weekly), Daily Mail, Daily Express, as well as China’s Sina-Weibo (新浪微博), Weixin (微信) and other medias jumped on the wagon of generating and expanding ‘fakes news’ in an indiscriminate and reckless manner. Aforementioned incident has something in common with ‘North Korea’ Collapse’ theory which has been persistently raised from the 1990s. The commonality between two seems to be that they are based on nonsensical and even idiotic ‘wishful thinking’ rather than on facts on the ground. The upshot of the problem appears that while Kim jong-un’s long delayed appearance quelled in effect all the rumors revolving around his whereabouts and health conditions, that would not be the end of story. In other words, in a sense, such unfounded rumors and fabricated stories might be the single biggest obstacles which would hamper laying out and implementing viable, sustainable, and forward-looking policies toward Pyongyang. During the course of attaining such goals, damages inflicted on the credibility, reliability and trustworthiness of parties concerned (for example, some medias, experts, pundits, politicians and so forth) will not merely confined to themselves. Against this backdrop, there seems to be nearly no objections to the argument that the biggest person benefitted by this pandemonium might be none other than Kim Jong-un. In this regard, it is imperative that the general public form a consensus to insure that the Aesop’s Fables about ‘the Boy Who Cried Wolf’ would not be replayed in the future, more than anything else.

      • KCI등재

        잔해와 파편의 시어 -김종삼, 『북 치는 소년』의 경우

        김종훈 ( Jong Hoon Kim ) 민족어문학회 2013 어문논집 Vol.- No.68

        김종삼 시는 비극적 시대 현실을 배경으로 한다. 이 글은 김종삼의 절제된 언 어의 한 쪽에는 『민간인』과 같은 잔상과 여백의 시어가 있는 반면, 또 다른 한 쪽 에는 『북 치는 소년』과 같은 잔해와 파편의 시어가 있다고 상정하였다. 이와 같은 가설에 타당성을 주는 견해가 한국 현대시의 담론 영역으로 유입되기 시작한 ``현대시의 알레고리`` 담론이다. 현대시의 알레고리 시어는 역사의 폐허에서 종합 의지를 상실한 듯한 파편의 시어들로 요약할 수 있는데, 이는 김종삼 시에서 잔상과 여백뿐만 아니라 폐허에 대한 인식을 끌어들인다. 김종삼의 『북 치는 소년』은 현대시의 알레고리 미학을 반영한 전형적인 시이다. 시인의 냉철한 분석의식이 감지되고 있으며, 시어들은 현실의 잔해처럼 고립되어 있다. 시의 한 구절 "내용 없는 아름다움"의 ``내용 없는``은 부서진 원관념, 진보의 거짓환상을 벗겨낸 현실과, ``아름다움``은 흩어진 보조관념, 현실의 파편들과 역설적으로 대응한다. 현대시의 알레고리는 김종삼의 시적 개성을 뚜렷하게 하는 미학이라고 할 수 있다. 김종삼의 시에는『북 치는 소년』의 특성을 따르는 시가 여럿 보인다. 따라서 이러한 독법은 김종삼이 당대 폐허로 인식된 현실을 외면하지 않았다는 것을 증 명할 뿐만 아니라 알레고리 시학을 토대로 한 김종삼 시들의 계보를 형성하는 데 도움을 준다. Kim, Jong-sam`s poems are based on reality in the tragic age. This articles starts assuming Kim Jong Sam`s temperate language contains poetic words of afterimages and blanks in "Civilian" on one hand and there are those of remains and fragments in "Drummer Boy" on the other hand, This assumption is supported by the discourse of "Allegory of Modern Poetry" starting to flow into the discourse of Korean Modern poetry. Allegoric poetic words of modern poetry can be summarized with those of fragments which seem to lose general will in the remains of history. This feature shows recognition on remains as well as afterimages and blanks in Kim, Jong-sam`s poems. "Drummer Boy" by Kim, Jong-sam is a fine example reflecting aesthetics of allegory of the contemporary poetry. The poet`s cool-head sense of analysis is detected and poetic words are isolated like remains of reality. "Contentless" in one phrase from the poem "Contentless beauty" corresponds to broken original concept, reality stripping off false fantasy of progress while "beauty" to scattered subsidiary concept, remains of reality, paradoxically. Allegory of modern poetry is the aesthetics showing clearly Kim, Jong-sam`s poetic uniqueness. His other poems follow features of "Drummer Boy". This reading proves Kim, Jong-sam never ignored reality recognized as remains of the age and helps to form genealogy of his poetry based on the allegory poetics.

      • 김정은 정권의 권력안정성 전망과 우리의 대응

        박좀범 ( Jong-bum Park ) 한국군사학회 2016 군사논단 Vol.86 No.-

        This paper deals with the problems that Kim Jong Un``s regime faces after Kim Jong-il``s sudden death on december 2011. In other words, this study proceeds regarding the direction of solution to the North Korea Nuclear problem, security of internal power, and an economic development which indicates the stability of Kim Jong Un``s regime. Small-scale society such as North Korea is greatly influenced by the external environmental factors. Since the stability problems of Kim Jong Un``s regime progresses along with the conflict and its reaction to the pressure & sanction by the international society, the ``Functional theory of conflict`` is quoted to progress the discussion and considered our strategic responsiveness accordingly. The master plan of Kim Jong Un``s regime has been evaluated that it is to focus on sole leadership system while utterly excluding the forces with vested rights which may become an obstacle, strengthen the system by vitalizing the society through economic development, and swiftly miniaturize and lighten the nuclear weapons`` weight for better utilization so as to set up a complete stabilization of the regime. Thus, the stability of Kim Jong Un``s regime will be strengthened in a short-term, however in a medium-and long-term, its internal cohesiveness will greatly weaken and will face a collapse on account of the lack of resources and economic downfall due to international society``s economic sanction against North Korea. As for us, since Kim Jung Un is satisfied with his regime stability in short-term which may cause a possible skirmish as a unification strategy towards South Korea, and to eliminate the possibility of foreign(ex: Chinese) army``s advancement to the North Korea region due to the power imbalance in the Korean Peninsula after the collapse of North Korea in medium-and long-term, there it needs to be a sufficient prior preparation. It is imperative to maintain a close cooperation system with our allied country-U.S while preparing measures for the China``s movement, and ultimately look for a strategic policy plan by strengthening the relationship with the U.S in order to draw North Korea to the negotiation table.

      • KCI등재

        晩求 李種杞의 性理思想

        임종진(Lim Jong-Jin) 대한철학회 2004 哲學硏究 Vol.89 No.-

        만구 이종기는 비교적 알려지지 않은 19세기 말 영남의 퇴계학파에 속하는 인물이다. 그렇지만 그의 학문적 업적은 생각 이상으로 높이 평가될 여지가 많다. 이종기의 학문 세계는 이기론과 심성론을 중심으로 하는 성리학의 범주를 결코 벗어나는 일이 없었다. 그 중에서도 특히 이황의 성리학을 충실하게 계승하려는 입장이었다. 그는 기본적으로 이황의 주리론적 입장을 따르고 있지만 지나치게 리와 기만을 중요시한 '主理(주리)', '主氣(주기)' 양쪽의 이론에 대해서는 회의적이었다. 이러한 입장은 물론 주기론에 대한 비판이 보다 큰 비중을 차지하지만 한편으로는 차츰 리만을 중요시 하여 리로 모든 것을 해석하려는 퇴계학파 내의 주리론적 경화 현상에 대한 주리론 내부의 자기반성적 태도에서 비롯되었다고 평가할 수 있다. 그는 당시의 대표적인 영남의 유학자들과 긴밀한 학술적 교류가 있었으며, 특히 한주학파와의 논변은 주목할 만한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가 지금껏 별로 알려지지 않은 이유를 생각해 보면 퇴계학파 내의 유력한 분파에 직접 속하고 있지 않을 뿐만 아니라, 장복추·이진상·김흥락 등 기라성 같은 한말 퇴계학파 후예들과 곽종석·이승희 등 그 다음 세대에 가려진 탓이 큰 것으로 보인다. 특히 그는 지리적으로 볼 때 현재의 고령에 거주하였기 때문에 이진상의 한주학파에 속하는 것이 자연스러웠을 것이다. 그러나 그는 퇴계사상의 본래적 입장에 충실하면서 이진상 및 그의 문인들과 치열한 성리학적 논변을 전개하였다. 이종기와 이진상 및 그의 문인들과 주고받은 편지를 통해서 그 당시 퇴계학파 내에서 한주학파와 비한주학파 사이의 성리학적 이해의 차이점을 살펴보는 것은 앞으로의 과제가 될 것이다. 본 논문에서는 이러한 과제를 수행하기 위한 예비작업으로 주로 이종기 자신의 성리학적 관점이 간결하게 담겨있는 그의 글을 통해서 그의 성리사상을 살펴보았다. 그 결과 이종기는 대산 이상정 이전의 보수적인 퇴계사상의 수용을 기본으로 해서 율곡학파(기호학파)의 주기론적 경향에 대한 비판을 전개하면서, 동시에 퇴계학파 내에서도 지나치게 리 중심의 경향에 치우친 것으로 보이는 이진상 계열의 성리학적 견해를 비판하였다. 이를 통해서 이종기는 주자학-퇴계학 계열로 이어지는 이른바 '性理學的 正脈(성리학적 정맥)'의 본 모습을 다시 한번 환기시킴으로써, ‘퇴계학의 보수적 계승자’의 위치에서 당시 한말 영남 유학계의 사상적 중심을 유지하는 역할을 수행한 것으로 평가할 수 있다. This article aims at understanding Mangu Lee Jong-Gi(1837-1902's Neo- Confucian thought. Lee Jong-Gi was a scholar of the school of Toegye in Youngnam area in the 19th century. Lee Jong-Gi's Neo-Confucian thought is a system of his interpretations of Chu Hsi's and especially Toegye Lee Hwang’s Neo-Confucian thought. His thought can be divided into the theory of li-ch'i and, the theory of human mind and nature. It is expressed well in his letters addressed to Lee Jin-Sang(1818-1886), and Kwak Jong-Suk(1847-1916), and in his miscellaneous writings. Toegye's advocacy of the mutual movement of li and ch'i refers to no other than the manifestation of li and movement of ch'i. In contrast, Yulgok Lee I's view of li and ch'i is different widely from that of Toegye. Yulgok's view of li and ch'i bases itself on the view that only ch’i moves by its own energy being governed by li. Lee Jong-Gi agrees with Toegye's viewpoints and could not but criticize Yulgok’s theory by way of clarifying Chu Hsi’s and Toegye's theory of li-ch'i. And Lee Jong-Gi criticizes Lee Jin-Sang, a prominent Neo-Confucian scholar of the his period. Lee Jin-Sang asserts that mind is li. This had been one of the most controversial issues in the academic circle of Neo-Confucianism in Youngnam area in the 19th century. Lee Jong-Gi emphasizes the orthodox views of the school of Toegye through the criticism of two prominent Neo-Confucian scholars of the Chosun period, Lee I and Lee Jin-Sang.

      • KCI등재

        晩靜堂 徐宗泰의 문학연원과 王世貞산문 비평

        김종민(Kim, Jong-min) 한국고전번역학회 2020 고전번역연구 Vol.11 No.-

        영의정과 대제학을 지낸 바 있는 徐宗泰(1652∼1719)는 金昌協과 동시대를 살았던 저명한 문장가이자 비평가였다. 그의 문학론이 명청문학과의 관련 하에서 조명된 적이 있지만 아직 해명되지 않은 문제와 다뤄지지 않은 자료들이 남아 있어, 더 상세히 연구해야 할 여지가 많다. 본고는 이같은 문제의식에서 출발하여, 그 일단으로 서종태의 학문연원과 명대산문비평에 대하여 논하였다. 서종태는 李夏坤 집안과도 교류가 있었고, 申最가 엮은 『皇明茅鹿門王弇州二大家文抄』로부터 상당한 영향을 받은 정황이 포착된다. 비평의 차원에서 보면 『唐宋八大家文抄』에 쓰인 ‘生割’과 같은 특정한 評語를 차용하고 있다. 또한 그 자신이 여러 기록들에서 주의 깊게 비평용어를 구사하고 있어 서종태의 遺著에서 互文을 읽듯이 그 의미 파악을 할 수 있다. 서종태는 풍부한 독서 체험과 객관적인 비평안을 바탕으로 명대산문가들의 장처와 단처를 고루 지적하였고, 그중 王世貞을 가장 大家로 인정하였다. 서종태가 왕세정을 고평한 기저에는 선입견 없이 직접 열람하고 감상하는 과정을 통해 왕세정 문학관의 변화까지 읽어낸 통찰력이 자리하고 있다. Seo Jong-tae, who served as Yeongujeong and Daejehak, was a eminent writer and critic who lived in the same era with Kim Changhyeop. Although his literary theory has been highlighted in relation to Mingcheng Literature, unexplained issues and untapped resources remain. There is much room for further study. This paper starts with these questions. In one way, I studied Seo Jong-tae"s academic origin and criticism of the Ming Dynasty proses. Seo Jong-tae interacted with Lee Ha-gon"s family. Besides circumstances that have been greatly influenced by the anthology of two great writers of Ming Dynasty(『皇明茅鹿門王弇州二大家文抄』) compiled by Shin Choi are captured. In terms of criticism, certain critical terms are borrowed, such as "生割" used in A anthology of eight great writers of Tang-Song period(『唐宋八大家文抄』). In addition, he himself has a careful use of critical terms in various records, so we can grasp the meaning as if reading complementary letters in his writings. Based on his extensive reading experience and objective criticism, Seo Jong-tae pointed out both the merits and demerits of famous prose writers of the Ming Dynasty, and recognized Wang Shi Zhen as the the most prestigious writer of them. On the basis of Seo Jong-tae"s impartiality of Wang Shi Zhen is the insight that has read the changes in Wang Shi Zhen"s literature through the process of reading and appreciating Wang Shi Zhen"s own views without prejudice.

      • KCI등재

        북한 김정은 정권의 국가목표와 군사정책 방향: 새로운 위협 요소의 등장과 한국의 대응전

        이영종(Lee, Young-jong) 한국전략문제연구소 2020 전략연구 Vol.27 No.1

        지난 2018년 초 대남 유화국면으로 급전환하며 대미협상을 주축으로 한 새로운 생존 전술을 구사하는 모습을 연출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약 2년 만인 2019년 말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7기 5차 전원회의 개최를 계기로 다시 강경 노선 쪽으로 선회하며 “조·미 간의 교착 상태는 불가피하게 장기성을 띠게 되어있다”고 선언했다. 세계적 대유행 양상을 빚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는 대북 문제에 대한 관련국들의 집중력을 떨어트리고 있으며, 북한 또한 ‘셀프제재’로까지 불리는 사실상의 교류·교역 전면차단 조치를 취하면서 방역에 전력투구하고 있다. 이런 상황 속에서 북한이 향후 어떤 전술이나 전략을 앞세워 대남, 대미 정책을 펼쳐나갈지는 한반도와 주변 정세에 결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변수가 될 수 있다. 하지만 2012년 김정은 체제 등장 이후에 북한의 핵 실험과 장거리 미사일 도발이 이어졌음에도 불구하고 이에 대한 면밀한 연구나 대응책 마련이 북한의 국가목표나 군사정책 차원에서 깊이 있게 다뤄지지 못한 측면이 있다. 김정은 집권 이후 통치노선이나 스타일에서 드러난 두드러진 특징 가운데 하나는 ‘국가’로서의 북한체제를 공식화하고 부각시키고 있다는 점이다. 김정은 스스로 ‘국무위원회 위원장’이란 직함을 사용하고, ‘조선인민군 최고사령관’이란 호칭 대신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무력 최고사령관’으로 칭해지고 있는 점에서도 이를 확인할 수 있다. 김정은 체제는 대남 및 대미 외교와 경제·사회 등의 분야에서 이전과 다른 전향적 조치들을 취함으로써 변화와 개혁·개방에 대한 기대를 불러일으키기도 했으나 △당 국가 체제의 유지 △핵보유국 지위 굳히기 △경제·핵 병진 노선과 그 변용 △대미접근과 미국에 대한 이중적 인식 등에서 북한 체제의 국가목표 근간이 그대로 유지·고수되고 있음을 드러내고 있다고 볼 수 있다. 김정은 정권의 중요한 국가 목표 중 하나는 핵과 미사일의 완성을 기반으로 하는 한반도 적화통일이며, 군사정책도 이런 대목에 초점이 맞춰진 것이다. 북한의 이런 국가목표나 군사정책에 대한 우리의 정책적 대응은 △북핵 불용에 대한 공감대 형성과 대북압박 △사실상의 ‘핵보유국’ 북한에 대한 현실적 대응 △개혁ㆍ개방 및 국제무대 유인 등이 고려될 수 있다. North Korea"s policy in the midst of rapid changes in the situation on the Korean Peninsula can have a major impact on inter-Korean relations and surrounding circumstances. The need for closer analysis on North Korea"s military policy directions, the nature of its national strategy as well as its nuclear weapon and missile has grown. The purpose of this article is to analyze the ultimate national goal and military policy direction pursued by the Kim Jong-un regime and to diagnose Korea"s counterstrategy. One of the prominent features of Kim Jong-un"s policy line after his inauguration was his emphasis on the North Korean regime as a “state”. The Kim Jong-un regime"s national goals and visions were presented concretely at the Labor Party"s 7th Labor Party Congress held in May 2016, setting a five-year strategic period for national economic development (2016-2020) and building a socialist economic power as a banner. Yet, more national goals and visions still remain undisclosed, considering most of them are often secretly established and promoted. North Korea"s appeasement toward South Korea and the United States since 2018 has changed the impression of the Kim Jong-un regime from an aggressive, provocative regime to open, reconciling and cooperation-oriented regime. However, North Korea showed no more than superficial and tactical gestures, failing to take fundamental actions like denuclearization. As military policy line of Kim Jong-un regime backed by nuclear missile weapon gets more sophisticated and belligerent, importance of South Korea"s countermeasures have grown. Strategic counteractions based on military power should be taken against North Korea’s two-sided strategy such as nuclear and missile provocations and unification frontline tactics. Furthermore, counter strategies that can closely analyze and cope with the United States and China’s policies refer to Korean Peninsula are nessesary.

      • KCI등재

        佔畢齋金宗直의 內面世界와 初期士林派

        이종범(Lee, Jong-Bum) 동양한문학회(구 부산한문학회) 2009 동양한문학연구 Vol.28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15세기 후반은 국가적 법제와 문물이 완비되면서도 세조의 즉위와 이에 편승한 훈구공신의 권력독점과 전횡으로 조선왕조의 이상이 심각하게 훼손된 시기였다. 이때 「弔義帝文」은 세조의 즉위에 따른 역사의 상흔을 치유하고자 한 정치세력에게 있어서 자신들의 의리명분론을 대변하는 의미를 지녔다. 그러나 정작 「조의제문」을 지은 金宗直의 사환은 평탄하고 일상은 안온하였다. 당대 일급 문사로서 세조와 그의 공신을 적극 찬양하기도 하였으며 지방관으로서 庶政을 쇄신하고 많은 제자를 양성하는 등의 치적을 올렸다. 그러나 내면의 심리적 울분과 정체성 갈등은 심각하였다. 김종직이 적극적 현실참여의 길로 선회한 것은 모친상을 지낸 다음이었다. 이 과정에서 金宏弼등의 일부 제자와 出處論문제로 갈등이 있었고, 정치쇄신과는 거리를 두었던 때문에 후진의 비판을 받기도 하였다. 그러나 김종직은 국가 학술 및 편찬사업을 통하여 훈구파 일색의 學文權力을 해체하는 역할을 자임하였다. 사림파의 정치적, 학술적 위상의 강화에 기여한 것이다. 金馹孫등이 세조의 치세를 재평가하는 역사운동에 적극 나설 수 있었던 것도 사림파의 위상 제고를 바탕으로 한 것이었는데, 이때 「조의제문」을 한 시대의 역사적 상흔을 웅변한 불멸의 서사로 재평가되었다. 이러한 점에서 김종직은 세조의 즉위와 그에 따른 공신의 체제에 머물렀음에도 그들의 두터운 장벽을 허물기 위한 도전의 단초를 제공하였다는 점에서 시대의 변화와 사림의 의식전환을 이끌었던 경계인으로 평가될 수 있을 것이다. In the late 15th century, legal and institutional systems were completely organized, but the ideals of Joseon dynasty were seriously damaged because of King Sejo(世祖)'s enthronement and political monopoly of Hungu meritorious retainers. At this time, new political forces suggested the damage caused by king's enthronement to be managed and the 「Joeuijemun(弔義帝文)」was a model of such change in consciousness. However, Kim, Jong-Jik who wrote the 「Joeuijemun」could not but take a job in the royal court and admire the regime by King Sejo. Internal conflicts were serious. Poetry in its early period such as 「Kaheungcham(可興站)」and 「Sabangji(舍方知)」was representation of such conflicts. And though he attempted to reform officialdom as a local officer while teaching a number of students, his psychological conflicts and resentment were not resolved. Kim, Jong-Jik turned his attention to practical things after he lost his mother in spite of Kim, Gweng-Pil's appeasement. However, though some of his students criticized him, he stayed away from a political reform. Instead, he participated in national academic projects to permeate into academic power of Hungu-group(勳舊派) and greatly contributed to reinforcement of political and academic positions of Sarim-group(士林派). Based on reinforced academic capability, Sarim fiercely confronted against Hungu and led a campaign of history to reevaluate the regime of King Sejo. At this time, the 「Joeuijemun」was reevaluated as an everlasting narrative that speaks for historical damage of one period. In this aspect, this study suggests that Kim, Jong-Jik's life was a challenge to break a thick barrier of Hungu meritorious retainers though he belonged to them.

      • KCI등재후보

        국방위원장체제의 이데올로기와 특징

        이종국 ( Jong Guk Lee ) 북한연구학회 2005 北韓硏究學會報 Vol.9 No.2

        본 논문은 김정일 국방위원장 체제의 구조적 모습을 살펴보면서, 그 특징들을 살펴보았다. 먼저 역사적으로 북한군이 정치체제에 등장하는 과정을 살펴보았다. 1960년대부터 90년대에 이르기까지 북한인민군이 당-국가 체제 속에서 어떠한 역할을 하여 왔는가를 설명하였다. 둘째로 군사체제와 역할을 살펴보았다. 북한의 군사체제의 핵심인 국방위원회, 당중앙군사위원회, 인민무력성의 구조와 그 역할을 설명하였다. 마지막으로 새로운 김정일 국방위원장 체제를 이끌어 가는 상징적 이데올로기들을 설명하면서, 이들 이데올로기가 군 중심 체제의 역할들을 강화하여, 결국 북한이 추구하는 국가목표와 국방위원장 체제는 군사국가화를 지향하고 있음을 강조하였다. This Article talk issue with ideology of Kim Jong-Il`s Regime and the characteristic of Kim Jong-Il`s National Defense Commission(NDC). In particular, I focuses on threes points. First, Historically since 1960, The Role of the Korean People`s Army(KPA) is an overwhelming power and plays a vital role in North Korea. Under Kim Jong-Il, The KPA has increased its political, social stature. In result, It plays important the pillar and main force revolution national security in North Korea society. Second, North Korea`s military system is situated in the decision making group. National Defense Commission, Central Military Committee, Ministry of people`s Armed Forces. Military and Security command structure set policy and overseas its implementations by the other military organizations. Especially, National Defense Commission controls Ministry of people`s Armed Forces. Third, Ideology of Kim Jong-Il`s Regime consist of Juche, the teachings left Kim Il Sung, the ideas Red Flag, Priority of Military, Strong State. It force North Korean people to self sacrifice and total obedience and absolute loyalty to him. Consequently, Supreme Commander of Kim is credited with army-people unity, promoting the army as a model for North Korean society. The logic of Priority of Military and Strong military state reproduce a government by a single person having unrestricted power.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