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다산 정약용의 군자론 - 도덕교육적 의미를 중심으로 -

          지준호 ( Chi Chun-ho ) 영산대학교 동양문화연구원 2020 동양문화연구 Vol.33 No.-

          현재의 도덕교육에서 덕교육은 도덕적 덕성과 인격 그리고 인성 등에 관한 연관된 논의들을 이끌어내는 교육적 노력을 전개함으로써, 사람다움을 추구한다는 본질적 측면에서 여전히 유효한 학문적 토대와 의미를 함의하고 있다. 전통시대의 도덕적 이상향인 군자는 유학의 도(道)를 숭상하고 학식을 두루 갖춰 사회적 역할을 수행하였다. 실천윤리학적 성격을 담고 있는 다산 군자론의 기초는 덕(德)이다. 군자는 자질과 덕(德)을 갖추기 위해서 마음의 지향점으로서의 정직(正直)함을 갖추어야 하며, 가치·덕목인 의(義)를 함양하기 위해 자신을 수양하여야 한다. 『논어』를 기본 텍스트로 하는 ‘군자(君子)'에 관한 선행적 연구는 매우 다양하게 이루어지고 있으나, 유학적 이상향을 도덕주의로 승화하고 있다는 점에서 대부분 일치하고 있다. 전통 유학사상을 기반으로 하는 덕교육은 통합적인 구조와 접근으로 이해되며, 군자의 자질이라는 보다 근원적인 차원에서 볼 때, 마음과 관계된 정직함이자 도덕적 자질을 갖추기 위한 핵심 가치·덕목으로 의(義)를 이해하는 것은 실천성을 강조하는 다산 군자론의 특징이라고 할 수 있다. In the current moral education, virtue education still implies a valid academic foundation and meaning, and is being developed as an educational effort to pursue humanity while leading discussions related to moral virtues, character, and personality. Ideal person(Gunja), a moral utopia in the traditional era, revered the Tao of Confucianism and performed a social role with full knowledge. The basics of Dasan's theory of ideal person, which contains practical ethical characteristics, is virtue. In order to be equipped with qualities and virtue, ideal person must have honesty as the direction of his heart, and he must cultivate himself in order to build justice as values and virtues. Prior research on 'Ideal person' based on the 『Confucian Analects』 as the basic text has been conducted in a wide variety, but most agree that Confucian ideals are sublimated to moralism. Virtue education based on the traditional Confucianism is understood as an integrated structure and approach, and from a more fundamental level of qualities of ideal person, understanding justice as a core value and virtue to equip honesty and moral qualities related to the heart is a characteristic of Dasan's theory of ideal person that emphasizes practicality.

        • KCI등재

          퇴계 이황의 도덕교육론 - 『성학십도』 체계와 내용을 중심으로 -

          지준호 ( Chi Chun-ho ) 한국철학사연구회 2018 한국 철학논집 Vol.0 No.59

          사람과 사람 사이의 올바른 관계를 추구하는 유학은 수기(修己)와 치인(治人)이라는 논리구조를 통하여 도덕적 개인이 공동체의 발전에 기여하는 이상향을 그린다. 16세기 한국 성리학의 태두인 퇴계 이황은 자신의 교육적 의도와 관심을 반영하고 성리학의 본체와 공부의 전 과정을 그림 열 폭에 정리하여 『성학십도』를 만들었다. 『성학십도』에서 표방하는 교육의 목적은 성인(聖人)이 되는데 있으며, 이는 성찰적이며 실천적인 도덕인이 되고자 하는 도덕교육의 목적과도 궁극적으로 그 궤를 같이 한다. 『성학십도』의 전체 주제는 경(敬)을 기초로 인륜과 도덕의 원리를 밝혀 인간의 본성을 회복하기 위한 것과 연관된다. 경(敬)은 또한 수양의 목적이자 방법이며, 주요 내용이다. 전통 유학의 교육 방식은 교육의 목적ㆍ내용ㆍ방법 간의 유기적 통합성을 지향하고 있으며, 내용과 방법에 있어서 지(知)와 행(行)의 병진이라는 일관성을 드러내고 있다. 전통문화가 가지고 있는 보편적 가치를 탐구하고, 전통교육의 측면에서 도덕문화를 다시 일으키는 것은 현재와 미래에 유효한 것들이 과거의 전통으로부터 연원한다는 점을 논의하는 것으로서 오늘의 교육 문제를 해결하는 데 있어서 유용할 수 있다. 특히, 전통교육이 추구했던 도덕교육의 본질을 분석하여 교육의 궁극적 목적인 ‘자신을 실현하고' ‘공동체를 배려'할 수 있는 인재를 배양하기 위한 반성적 접근은 매우 의미가 있다. Confucianism which pursues the right relationship between person and person, depicts the ideal that moral individuals contribute to community development. In the 16th century, Toegye Yi Hwang, the authority of Korean Confucianism, reflected his educational intentions and interests and made the whole of the body of Confucianism and the whole process of the study into a series of 10 paintings 'Ten Diagrams of Sage Learning'. The purpose of the education which is claimed in the 'Ten Diagrams of Sage Learning' is to become a saint, and it ultimately coincides with the purpose of moral education which is to be introspective and practical moral man. The whole theme of 'Ten Diagrams of Sage Learning' is related to revealing the principles of humanity and morality in order to restore human nature on the basis of piety. Piety(敬) is also a purpose and a method of self-discipline, and is the main content. The method of education for traditional confucianism is aiming for the organic integration of purpose, content and method of education and reveals the consistency of the combination of knowledge and behavior in content and method. Exploring the universal value of traditional culture and re-raising moral culture that is important in traditional education is to discuss that what is valid for the present and the future is derived from the past tradition. That may be useful in solving today's educational problems. Especially, it is very meaningful to adopt a reflective approach to cultivate talented people who can 'realize oneself' and 'care for the community' which is the ultimate goal of education through analyzing the essence of moral education pursued by traditional education.

        • KCI등재

          온고지신 프로그램의 초등학생 대상 적용 연구

          지준호 ( Chi Chun-ho ), 이승철 ( Lee Seung-chul ) 동양철학연구회 2019 東洋哲學硏究 Vol.99 No.-

          본 연구는 전통교육에 대한 현대적 방안을 모색하고, 전통교육을 통한 민주시민성 역량 강화를 목적으로 개발된 온고지신 프로그램을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실시하고, 그 효과성을 검토하는데 목적이 있다. 본 연구에서 적용할 온고지신 프로그램은 ADDIE모형에 근거하여 2년간의 개발과정을 거쳤다. 본 연구에서는 실험집단을 선정하여 해당 프로그램의 효과성을 검증하는 동일집단 사전-사후 설계(onegroup pretest-posttest desugn) 방법을 활용하였으며, 사전검사와 사후점수의 평균차는 대응표본 t-검정방법을 활용하였다. 온고지신 프로그램에 참여한 학교는 서울 소재 S초등학교와 C초등학고의 2개교로, 각 5학년 23명과 6학년 24명으로 총 47명이며, 연구진이 개발한 사전-사후 검사지를 통해 효과성을 측정하였다. 또한 온고지신 프로그램의 질적 개선에 관한 전문가 집단 인터뷰를 실시하였다. 전문가 집단은 프로그램 운영 교사 2인과 일반인(성인) 대상 온고지신 프로그램 수강자 중 초등학교 교사 및 예비교사를 중심으로 구성하였다. 연구를 통해 나타난 구체적인 시사는 다음과 같다. 첫째, 온고지신 프로그램의 초등학생 대상 적용의 사전-사후 조사결과 전통 및 전통교육에 대한 인식의 변화가 미미하였다. 물론 이는 본 프로그램이 전통적 내용의 전달이 아닌 전통교육의 내용적 요소를 통한 인성 관련 역량의 향상을 목표로 설정하고 있기에 납득할 만한 결과라 볼 수 있다. 또한 연구진이 개발한 프로그램을 온전히 적용되기보다 해당기관의 교육과정 운영 등 상황에 따라 적절하게 재구성하여 운영하였다는 점 역시 이유가 될 수 있다. 둘째, 사전-사후 조사결과 온고시진 프로그램은 6개의 구인으로 이루어진 전통 핵심역량에서 상당한 효과성이 있다고 볼 수 있다. 특히 자존·성찰의 개인역량과 공감·배려의 대인관계역량은 .001 수준에서 높은 유의확률을 보였으며, 상생·공존의 공동체역량에서 역시 .01 수준에서 유의확률을 보였다. 다만, 프로그램에 참여한 참여자 표본의 수가 한정적이라는 점, 본 프로그램에 대한 이해 수준이 높은 교사가 수업을 운영하였다는 점, 현행 도덕과 교과의 교육과정 내용 및 핵심성취기준과 일치하는 분야가 다수 있다는 점 등을 고려할 때, 이러한 높은 효과성이 온고지신 프로그램만의 결과라고 보기에는 무리가 있다고 판단한다. 셋째, 온고지신 프로그램 운영 결과 회복탄력성 증감에 큰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판단할 수 있다. 이러한 결과는 일반인 대상 온고지신 프로그램의 운영에서 역시 동일하게 제기된바 있다. 넷째, 해당 기관의 교육과정 운영상의 편의에 따라 프로그램을 운영할 경우, 개인역량으로부터 공동체역량으로 계열화되어 있는 프로그램의 개발 의도가 담보되기 어려울 것이라 예상되기에 학교교육에서 온고지신 프로그램의 용이한 적용을 위해 교육과정 재구성에 관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할 필요가 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plore modern methods for traditional education, to carry out traditional education programs developed with the aim of strengthening personality capacity through traditional education for elementary school students, and to examine their effectiveness. The traditional education program to be applied in this study has been developed for two years. The schools that participated in the program were two elementary schools based in Seoul, with 47 students participating. In addition, a group of experts were interviewed on the quality improvement of the on-demand program. A group of experts was formed around two program management teachers and elementary school teachers. A group of experts are those who have completed programs for adults. Specific examples from the study are as follows. First, as a result of the application of traditional education programs, changes in students' perception of traditional and traditional education and traditional culture were minimal. Of course, this is because this program is not aimed at conveying the contents of traditional culture, but at improving personality skills through elements of tradition. Also, the program developed by the researchers was properly reorganized and operated according to the circumstances, such as the institution's curriculum operation, rather than being applied as it is. Second, the survey results show that traditional education programs show great effect in character ability extracted from tradition. In particular, personal and interpersonal skills showed high effectiveness, and community capabilities also showed high effectiveness. However, considering the limited number of participants in theprogram, the fact that teachers with a high level of understanding of the program operated classes, and that there are many areas that are consistent with the current moral and teaching curriculum content and key achievement criteria, we believe that this high effectiveness is the result of this program alone. Third, it can be determined that the results of the on-demand program do not significantly affect the increase or decrease in resilience. These results have been raised equally in the operation of the same program for the general public. Fourth, it is necessary to provide guidance on reorganizing the curriculum for the easy application of the program in school education, as it is expected that the intention of developing a program that is integrated from individual capacity to community capability will not be guaranteed if the program is operated according to the convenience of the educational program operation of the institution.

        • KCI등재후보

          순자(荀子) 군자관의 실천적 지성인상-공·맹(孔孟) 군자관과의 비교를 중심으로-

          지준호 ( Chi Chun-ho ) 영산대학교 동양문화연구원 2016 동양문화연구 Vol.24 No.-

          유학(儒學)에서는 성숙한 인격자나 지도자를 가리켜 군자(君子)라고 부르고 있다. 군자는 현실 속의 이상형으로, 바람직한 지성인의 인격이다. 군자가 되기 위한 학문은 도덕이고 수양이며, 더 나아가 현실 비판을 통하여 전개되는 실천이 뒷받침되어야 한다. 순자(荀子)에 의하면, 군자다움의 근본은 도덕이며, 도덕적 실천은 지성인으로서의 자신의 임무이다. 도덕의 극치로 표현되는 예(禮)는 이론적 지식으로부터 행동적 실천에 이르는 모든 영역을 포괄하는 것으로, 학문과 교육을 통하여 선비와 군자 그리고 성인이 되기 위한 필수조건이 된다. 또한, 군자는 정치가가 되어야 하고 정치적인 규율에 따라 일처리를 해야 한다. 군자는 일처리나 대인관계에 있어서의 내강외유적인 자세를 견지하여야 하며, 현실감과 효율성을 갖추어야 한다. 순자(荀子)가 제시한 군자의 주된 가치관과 군자가 되기 위한 다양한 방법은 실천적 지성인상으로서의 진면목을 드러내고 있다. 순자의 군자관은 도덕적 실천의 측면에서 공자와 맹자를 중심으로 하는 유학의 군자관을 계승하고 있지만, 정치적 실천의 측면에서는 차별화되는 지점도 분명히 존재한다. 순자의 군자론은 이전까지 도덕 이상주의적 입장에 머무른 군자를 현실 정치가의 입장에서 적극적으로 해석하고 있다. In the Confucianism, a mature man of character or leader is called as a gentleman. A gentleman is an ideal man in the real world and desirable intellectual character. A scholarship to be a gentleman is a moral and self-discipline, and furthermore it need to be supported by practice from criticism of reality. According to Xun Zi, the basis of being a gentleman is moral and moral practice is a duty as a gentleman. The ritual which is represented by the ultimate in moral, include everything from theoretical knowledge to behavioral practice and is a prerequisite to be a classical scholar, a gentleman, and a saint through scholarship and education. A gentleman should be a politician and do work according to the political regulation. A gentleman should stick to be an iron hand in a velvet glove at work and in interpersonal relationship, and have a sense of reality and effectiveness. The gentleman`s core values and various methods to be a gentleman, presented by Xun zi, show real worth of the practicing intellectual image. While Xun zi`s view of a gentleman succeed to the Confucianism of Confucius and Mencius in view of moral practice, it is clearly differentiated in the view of political practice. Xun zi positively interpret a gentleman as a practical politician who belonged to the moral idealism in the past.

        • KCI등재

          서당과 소학의 전통교육이 현대 인성교육에 주는 함의

          신창호 ( Shin Chang-ho ), 예철해 ( Ye Cheol-hae ), 윤영돈 ( Yoon Young-don ), 임홍태 ( Lim Hong-tae ), 지준호 ( Chi Chun-ho ) 안암교육학회 2017 한국교육학연구 Vol.23 No.1

          본 연구는 조선시대 아동·청소년 교육의 중심이 된 서당과 소학교육을 검토하고, 그것이 현대 인성교육에 주는 함의를 살펴보는 작업이다. 이른바 전통교육을 현대 인성교육의 차원에서 모색하는 시도이다. 소학의 경우, 효(孝)와 경(敬)을 교육의 핵심내용으로 담고 있으며, 그것은 일상생활에서 실천할 수 있는 구체적 행위 지침을 제시하고 있다. 이에 소학의 기본인 쇄소응대진퇴(灑掃應對進退)와 예악사어서수(禮樂射御書數)의 의미를 구체적으로 분석하여 현대적 독해를 시도하였다. 소학에서 주의할 만한 함의는 교육내용의 습관화(習慣化)이다. 습관은 행위의 지속을 보장하기 때문에 인성을 강화하고 성장시킨다. 그것이 인성교육의 근본내용이자 방법으로 기능할 수 있다. 서당의 경우, 소학의 내용을 현실적으로 담보하며 실제로 가능케 하는 교육공간, 즉 학교라는 점에서 소학의 내용과 유기적으로 연결되는 동시에 실천하는 역할을 한다. 서당의 교육에서는 교육방법을 중심으로 고찰하였는데, 강독(講讀)과 제술(製述), 습자(習字)를 중심으로 교수-학습법을 구명하였다. 그 결과 소학과 서당의 전통 아동·청소년 교육은 현대 인성교육의 차원에서 몇 가지 시사점을 던져 준다. 첫째, 건전한 인성 형성을 위한 교육내용의 습관화, 둘째, 지식과 도덕의 융합과 통일화, 셋째, 인성확립을 위한 개별 수준의 학문과 깨달음의 전수이다. The purpose of this research is to examine So-Hak(小學) and Seodang(書堂) education, which were at the heart of child-adolescent education in Cho-Sun dynasty, and their implications on character education. In other words, this research is an attempt to review a traditional education from a modern character education perspective. So-Hak contains as major educational concepts Hyo(孝) and Kyeong(敬), guiding principles of daily lives. In this research, two basic concepts of So-Hak were reinterpreted from a modern perspective, namely, Soe-So-Eung-Dae-Jin-Tae(灑掃應對 進退) and Ye-Ak-Sa-Eu-Seo-Su(禮樂射御書數). One of major implications of So-Hak lies on the habituation of what is learned, for habit leads to continuation of action, out of which the development of character emerges. As such, the role of habituation in character education is twofold, namely, basic educational content and method. Seodang is a school in which the teachings of So-Hak is realized. From an educational method perspective, Seodang`s teaching-learning methods of reading, writing, and calligraphy methods were examined. As a result, three implications of So-Hak and Seodang were drawn, the habituation of what is learned, unification of knowledge and morality, and individualized learning based on one`s own level.

        • KCI등재

          생태윤리로서 효 개념의 보편가치 가능성

          조장연 ( Cho Jangyun ), 지준호 ( Chi Chun-ho ) 한국유교학회 2020 유교사상문화연구 Vol.0 No.82

          본 논문은 효 개념의 생태윤리적 측면과 보편가치로서의 가능성을 검토하였다. 유네스코 철학윤리국에서는 21세기 보편윤리의 과제로 다른 문화 사이에 공통으로 존재하는 보편가치의 가능성, 지구촌 공유문제 해결에 도움이 되는 보편가치의 발견, 그리고 미래사회의 보편가치 조성이라는 세 가지 문제를 제기한 바 있으며, 기후변화 윤리원칙 선언에는 1. 위해의 방지, 2. 사전예방적 접근, 3. 형평성과 정의, 4. 지속가능한 발전, 5. 의사결정에서의 과학지식과 진실성, 6. 과학기술과 혁신을 담고 있다. 이 문제는 지구환경 내의 지속가능발전을 모색하는 데 필수적인 검토사항이다. 유가윤리는 방법적 차별애에 기초한 확장성을 그 특징으로 하고 있는 바, 보편윤리로의 가능성에 그 방법적 한계가 노정된다. 특히 유가윤리의 특징으로 인사상의 구체적 덕목으로서의 효 개념을 꼽는다면, 인 사상의 기저로서 효 개념에 대한 본원적 접근은 유가윤리의 보편적가치를 확인하는 중요한 열쇠가 될 수 있다. 또한 최근 부각된 개체 중심적 사고방식의 일반화는 인간의 삶에 현세적 행복 추구를 부각시켰다. 이러한 양상은 현세적 삶의 부담을 자식 세대로 연장시키지 않으려는 사고로 현실화된다. 이 현상은 부모세대와 자식세대를 효라는 덕목으로 결합시켰던 전통적 윤리의식의 전제를 흔들리게 함과 동시에 효 개념의 실용적 접근방식의 한계를 의미한다. 이에 역사적으로 전개된 효 개념의 현실적 활용 사례와 그 변천양상을 검토하고 시대에 따라 그 강조점이 변모하였음을 확인함으로써, 효의 근원적 정의를 비단 동아시아 문화에서 유효했던 한계를 넘어서 세계윤리 차원에서 모색하고자 하였다. 효 개념은 세대간의 긴밀한 상호존중과 협력에서 출발하여 세대간 연결고리와 사회적 적용범위를 확장해 왔으며, 송대에 이르러 형이상학적 개념으로 전개되었다. 여기서 논자가 주목한 것은 종족보전의 차원에서 정의한 효의 개념이다. 특히 최근 부각되고 있는 ‘공유지의 비극' 논의에서 기존 세대와 미래 세대간의 긴밀한 연결의 끈을 필연적으로 요청하는 추세를 고려해 볼 때, 효 개념의 기원에서 찾은 종족보존의 가치는 보편윤리로서의 조건에 부합된다고 판단된다. This paper aims to reveal the ecological ethical aspect of the concept of filial piety and its potential as a universal value. The UNESCO Declaration of the Ethical Principles of Climate Change includes: 1. Prevention of harm, 2. Proactive approach, 3. Equity and justice, 4. Sustainable development, 5. Scientific knowledge and integrity in decision-making, 6. Science and technology and innovation. In the Philosophical Ethics Bureau, there are three issues of universal ethics in the 21st century: the possibility of universal values that exist in common among different cultures, the discovery of universal values that help to solve the problem of sharing global villages, and the creation of universal values for the future society. I have raised an issue. This issue is an essential review for seeking sustainable development in the global environment. Confucian ethics are characterized by extensibility based on methodological discrimination, and thus their method limits as universal ethics. If the concept of filial piety as a specific virtue of human ideology as a characteristic of the ethics of confucius, the fundamental approach to the concept of filial piety as the basis of philosophical ideology can be an important key to confirm the universal value of philanthropy. In addition, the generalization of the individual-centered way of thinking that has recently emerged has emphasized the pursuit of temporal happiness in human life. This aspect is realized as an idea not to extend the burden of temporal life to the generation of children. This phenomenon shakes the premise of the traditional ethical consciousness that combined parental and child generations with the virtue of filial piety, and at the same time implies the limitations of the practical approach of the concept of filial piety. Thus, by reviewing the historically unfolded practical use cases of the concept of filial piety and its transition patterns, and confirming that its emphasis has changed according to the times, it is intended to seek the fundamental definition of filial piety from the level of global ethics beyond the limits that were valid in East Asian culture. Filial piety concept started with close mutual respect and cooperation between generations, expanded the connection between generations and the scope of social application, and developed into a metaphysical concept in the Song Dynasty. Here, what the writer pays attention to is the concept of filial piety defined in the dimension of ethnic conservation. In particular, considering the trend of inevitably requesting a close connection between the existing and future generations in the recent discussion of 'the tragedy of the commons', the value of ethnic preservation found in the origin of the concept of filial piety meets the condition as a universal ethics.

        • KCI등재

          전통의 현대화 원칙 및 전략 수립을 위한 전통 재조명

          한성구 ( Han Sung Gu ), 지준호 ( Chi Chun-ho ) 한국철학사연구회 2017 한국 철학논집 Vol.0 No.53

          우리는 근대의 본질과 수용의 타당성에 대해 성찰하기 전에 이미 일본이라는 타자에 의해 이식된 근대 속에 던져졌으며, 이로 인해 근대에 대한 가치 판단은 유보되거나 정서상 회피, 또는 비판적으로 접근할 수밖에 없었다. 아울러 구한말 전통 문화와 사상의 무기력함으로 인해 야기된 망국의 상황도 사람들이 근대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갖게 하는 원인이 되었다. 그러나 근대란 연속되는 역사 시간 속에서 전통과 현대라는 상대적 개념 속에서 자신의 위치를 규정받는다. 따라서 회피하거나 망각하고 싶은 근대라 할지라도 현대를 이해하고 그 원류가 된 전통 시기를 파악하기 위해서는 근대에 대한 정면적인 직시가 필요하다. 근대의 실패는 전통 계승의 실패라 할 수 있다. 그렇다면 전통 계승 실패의 원인을 분석해 가다보면 우리가 근대를 실패한 시기로 인식하는 원인의 일부를 알 수 있지 않을까? 과거와의 단절을 꾀하는 반전통주의는 서구 교육의 전래와 깊은 연관이 있다. 신교육은 반전통주의를 서구화 교육의 중요한 요소로 활용하였다. 서구문화를 추종하는 개화론자들은 조선이 뒤처지게 된 원인을 전통교육에서 찾았다. 따라서 조선이 새로 태어나기 위해서는 전통과의 단절, 그리고 급격한 서구화가 필요하다고 생각했다. 그러나 이러한 반전통주의는 근대교육으로의 진전이라기보다는 서구교육에 대한 일방적인 예속이라고 볼 수 있다. 신교육의 일각에서 나타나는 극단적인 반전통적 입장은 기존의 교육 체제를 철저히 부정하였을 뿐만 아니라 수천 년간 계승되어 내려온 교육 내용과 형식마저도 도외시함으로써 문화적 주체성을 잃어버리게 되었다. 서구 교육의 수용이 지닌 양면성을 고려할 때, 전통교육을 부정하는 모든 신교육을 곧 근대교육으로 파악하는 단선적 이해 방식은 재고되어야 한다. 본 논문에서는 구한말 발간된 잡지와 신문의 전통 교육 계승 관련 글들을 중심으로 근대 지식인들이 전통을 바라보는 다양한 시각을 있는 그대로 이해하고자 한다. 아울러 전통 단절 원인과 그것의 결과로 야기된 교육적 병폐의 양상을 논함으로써 오늘날 새롭게 조명해야 할 전통적 요소를 찾아 교육적 참고로 삼고자 한다. We were already thrown into the modern by the Japanese before reflecting the relevance of modernization and acceptance, and the value of the modern was postponed. The late period of Chosun, people sank into a state of torpor and traditional culture and ideology has caused people to have a negative perception of modern times.Modern times, however, are defined in the relative concept of tradition and modernity in the history of modern times. In order to understand the modern era and its origin, it is necessary to look squarely at the face of modernity. Failure of modern times is a failure of traditional succession.So, if we analyze the causes of the failure of the traditional heritage, why can`t we see some of the reasons why we perceive it as a failure? In this thesis, it seeks to understand the diverse views of the traditional elites of the journal and the newspaper, which are published in the traditional education of the journal, and are looking at a variety of views. Moreover, we should seek to explore the traditional elements of the new tradition by discussing the aspects of the educational problems caused by the cause of the accidental break and the educational problems caused by its results.

        • KCI등재

          인성교육을 위한 전통 유학교육의 현대화 방안 ― 교육내용 및 교육방법을 중심으로 ―

          이승철 ( Lee Seung-chul ), 지준호 ( Chi Chun-ho ) 한국철학사연구회 2018 한국 철학논집 Vol.0 No.57

          이 글은 전통 유학교육이 제기하는 현대 인성교육에 대한 시사점을 교육내용과 교육방법의 현대화 방안을 중심으로 살펴보고 있다. 이를 위해 이 글은 다음의 내용을 다루고자 한다. 첫째, 논의의 전제로서 전통 유학교육 현대화의 필요성과 현대적 재해석을 위한 전통교육 요소의 구성요건을 검토한다. 둘째, 전통 유학교육에 대한 교육내용의 현대화 방안으로서 ‘전인(全人)'의 현대교육적 이해를 통한 교육내용의 현대화 방안과 지식-실천의 선순환 강화를 위한 교육내용의 현대화를 살펴본다. 셋째, 전통 유학교육에 대한 교육방법의 현대화 방안으로 자율적 방법을 통한 인간형성과 습관화를 통한 성찰적 능력의 강화의 두 측면을 살펴본다. 마지막으로 앞선 논의를 간략히 요약하고 후속 연구가 지향해야 할 바를 제시한다. This article examines the implications of contemporary humanities education, which is raised by traditional education abroad, focusing on the contents of education and modernization of education methods. To this end, this article will cover the following topics. First, as a premise of discussion, we review the necessity of modernization of traditional education and the composition of traditional education element for modern reinterpretation. Second, I will examine the modernization of education contents through the modern education understanding of 'whole person' as a modernization plan of education contents for the traditional study abroad education and the modernization of education contents for strengthening the virtuous cycle of knowledge - practice. Third, we examine two aspects of modernization of education methods for traditional education abroad: strengthening of reflection ability through human formation and habituation through autonomous methods. Finally, briefly summarize the preceding discussion and suggest what future research should aim to do.

        • KCI등재

          관계성의 측면에서 본 유학과 불교의 인성 개념-『논어』와 『대승기신론』을 중심으로-

          권선향 ( Kwon Sun-hyang ), 지준호 ( Chi Chun-ho ) 충남대학교 유학연구소 2016 儒學硏究 Vol.36 No.-

          인성교육을 논하기 전 인성의 개념에 대한 충분한 논의가 필요함에도 그렇지 못한 것이 현 실정이다. 인성교육을 담당하는 현장의 교사들은 물론이고, 인성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해주어야 할 전문가들 사이에서도 인성 개념에 관한 합의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고 있기 때문이다. 기존의 선행적 연구들은 인성과 인성교육을 덕목과 역량 중심으로 정의하고, 이를 토대로 개념을 일반화한 경향을 띠고 있다. 그러나 덕목 중심의 인성교육은 통일적이고 체계적인 흐름으로 전개되기 어려운 한계점을 지닌다. 이에 본고에서는 원론적인 측면에서 유학과 불교의 측면에서 인성을 어떻게 개념화 할 수 있으며, 이러한 개념 정의가 인성교육에 줄 수 있는 함의점이 무엇인지 고찰하고자 한다. 유학을 대표하는 공자는 仁이라는 개념을 통해 인간다움을 정의하고 있다. 仁은 인간다움을 말하며, 사람사이의 관계성을 뜻한다. 또한, 仁은 사람을 사랑하는 것이다. 결국 인성이라는 것은 사람 간의 관계성에 기초하는 것으로, 그 본질은 사랑이라는 점을 알 수 있다. 『논어』에서는 仁을 근본으로 하여 효도·우애·우정·신뢰·공경·용기·관용·정의 등의 덕목 내용과 이것들 간의 상관관계를 밝히고 있다. 즉, 효도·우애·우정·신뢰·공경 등은 관계성에 따라 표출되는 仁의 서로 다른 형태이며, 용기·관용·정의 등은 그 근본인 仁이 있으면 저절로 나타나는 내용적 덕목들이다. 불교에서의 연기법은 ``이것이 있음으로 해서 저것이 있고, 저것이 있으므로 해서 이것이 있다``라고 하는 관계성에 관한 명제이다. 따라서 연기법은 나와 모든 존재의 관계성을 논의의 주된 내용으로 하고 있다. 이러한 관계성은 유학과 마찬가지로 사랑이 본질이다. 불교적 맥락에서의 사랑인 자비는 관계성의 자각에서 필연적으로 나오는 것이다. 이러한 인간의 관계성에 대한 깨달음의 가능성은 佛性으로 이어지며, 불성은 불교적 맥락에서의 인성으로 볼 수 있다. 『대승기신론』에 등장하는 如來藏은 불성과 그 맥락이 같다. 『논어』를 중심으로 하는 공자의 仁 개념과 『기신론』에서 진여문과 생멸문 두 측면에서 논한 如來藏, 三細, 六? 등의 심식론은 인성교육에 시사하는 바가 크다. Although a popular belief emphasizes the importance and needs for character education, there is no consensus on what constitutes good character. This is because both teachers as well as scholars have different perspectives on the definition of character. A mainstream view on character defines character education with respect to virtues and competence. However, virtue-oriented discussion of character and character education failed to develop a systematic and unified theoretical framework. Against this background, this paper aims to explore the possibility of applying the concept of character in Confucianism and Buddhism to character education in practice. In Confucianism, character is defined with respect to the concept of ``ren(仁)``, which means the relationship among people and love. According to ``ren``, the intrinsic nature of character is found in the relationship among people, and it is based on love. In addition, the Analects discusses the relationship of the fundamental virtues such as xiao(孝), friendship, companionship, trust, honor, courage, generosity, and justice drawing upon ``ren``. Pratityasamutpada(緣起法) in Buddhism is the concept of the relationship between I and other beings. Like with Confucianism this relationship is based with love and compassion-the love in Buddhism is coming from the realization of the relationship. This realization can be the nature of Buddha-humainty in Buddhism. Especially discussions about mind and psychological aspect in the Awakening of Faith in Mahayana gives many implications in character education.

        • KCI등재

          민주적 시민성에 대한 동서양 교육철학의 통섭 모색

          심승우 ( Sim Seung-woo ), 지준호 ( Chi Chun-ho ), 한성구 ( Han Sung-gu ), 함규진 ( Ham Kyu-jin ) 안암교육학회 2017 한국교육학연구 Vol.23 No.1

          우리의 현행 교육제도가 총체적으로 서구적인 제도와 가치의 영향을 받은 것이라면 새롭게 구성해야할 전통교육의 현대화는 서구적인 교육에 대한 비판적 성찰과 혁신을 통해 재구성 해야할 것이다. 이를 위해 본 논문은 동서양 교육철학의 통섭적 고찰을 통해 전통교육의 현대화의 이념적 목표, 전통적 핵심역량의 재구성, 전통교육의 운영원리의 현대화 방안 등을 포괄적으로 제시했다. 먼저, 동서양 고전의 통섭 속에서 유교적 통치성 및 공론장, 화이부동의 현대적 재구성과 만인의 선비화, 공화주의적 덕성을 전통적 맥락에서 중요한 교육목표로 제시했다. 나아가 유덕한 시민의 개인역량(修己/明明德)으로서는 성찰과 자존의 함양을, 유덕한 시민의 대인관계 역량(治人/親民)으로서는 공감과 배려의 함양을, 유덕한 시민의 공동체역량(止於至善)으로는 상생과 공존의 함양을 제시했다. 이런 이념적 목표와 핵심역량을 지지, 격려할 수 있는 교육운영 원리로서는 지행합일의 현대화, 협력교육의 현대화, 실천공동체 교육의 현대화를 들 수 있다. A new model of tradition-focused education is needed for new age of modern Korea. Current education system have evolved from Western philosophy and tradition, so some unreliable and ineffective factors have included in it. For it, a consilient approach would be tried. Confucian governmentality, traditional public sphere, modernly restructed ideas of huo-er-bu-tong(和而不同), revisited sunbi spirit, and republicanismic factors in traditional political thought can be new education goals. The Great Learning`s Three Doctrines, ming-ming-dao(明明德), qin-min(親民), zhi-yu-zhi-shan(止於至善) can be core moral competencies. These education goals and competencies can be supported with modern application of unity of knowledge and action, collaboration education, and practical community education.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