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 KCI등재

          옥외광고의 시각적 자극요소가 수용자 반응에 미치는 효과 - 간판을 중심으로 -

          박인성 ( Park In-seong ) 한국디자인트렌드학회 2012 한국디자인포럼 Vol.34 No.-

          본 연구에서는 옥외 광고의 시각적 자극요소가 수용자에게 미치는 영향에 대해 분석하였으며, 옥외 광고를 구성하는 다양한 요소 중에서도 기존 연구를 통해 문자의 굵기와 문자체, 그리고 픽토그램을 선정하여 실험설계를 하였다. 이를 통해 옥외광고물의 구성형태에 따라서 옥외매장에 대한 수용자의 인식이 상이하게 나타남을 알 수 있었다. 첫째, 옥외광고의 조작에 따라 광고태도, 매장태도, 이용의도가 어떠한지 알아본 경우, 모두 유의미한 결과를 보였다. 둘째, 옥외광고 조작에 따라 이용의도에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았다. 각 실험물마다 차이를 보였는데, 실험물1(문자는 굵게, 문자체는 캘리, 픽토그램은 있음)과 실험물3(문자는 굵게, 문자체는 캘리, 픽토그램은 없음)는 광고태도와 매장태도가 모두 이용의도에 유의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험물3(문자는 굵게, 문자체는 캘리, 픽토그램은 없음)은 매장태도만이 광고태도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의 결과는 향후 옥외광고 제작시 대상에게 적합한 광고방법을 선정하고자할 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할수 있다는 것에 의의가 있으며, 연구결과를 토대로 하여 수용자에게 보다 정확한 전략과 관점을 심어줄 수 있다는데 커다란 활용 가치가 있다. The research analyzed the visual effects outdoor advertisement has on consumers and selected font, size and pictogram of texts on it among other factors to design an experiment. The experiment result showed that the consumers` perception on outdoor stores varies depending on how it is composed. First, upon examining advertisement attitude, store attitude and intent to use based on how outdoor advertisement is composed, they all showed to be significantly affected. Second, the research examined if the intent to use is affected by the outdoor advertisement. Though the result was different by experiment, experiment 1 and 3 showed that both advertisement attitude and store attitude to affect the intent to use whereas 4 showed store attitude to be the only factor affecting the advertisement attitude. The research result is meaningful in that it can provide useful information when selecting appropriate advertisement method for outdoor advertisemented in the future. It will also provide consumer with the right strategy and perspective based on the result.

        • KCI등재

          증례 : 순환기 ; 독사조신 복용 후 발생한 여성형유방증 1예

          박인성 ( In Seong Park ), 이남희 ( Nam Hee Yi ), 박치환 ( Chi Hwan Park ), 박승운 ( Seung Woon Park ), 유진석 ( Jin Seok Yu ), 정준훈 ( Joon Hoon Jeong ) 대한내과학회 2016 대한내과학회지 Vol.90 No.3

          Doxazosin은 알파아드레날린길항제의 대표적인 약으로 전립선비대증에 아주 흔하게 사용되고 있다. 비슷하게 사용되는 finasteride, dutasteride와 같은 5-알파환원효소억제제는 여성형유방증, 유방통과 같은 부작용이 흔하게 보고되고 있으나 알파아드레날린길항제는 보고된 바가 국내에 아직 없다. 또한 알파아드레날린길항제는 약리 기전으로 보아 그러한 부작용을 의심하는 것이 쉽지 않다. 이에 doxazosin 사용 후 일측성의 여성형유방증과 유방통이 발생한 1예를 경험하였기에 국내 첫 번째 사례로 보고하는 바이다. Doxazosin is an adrenergic alpha-1 receptor antagonist used to treat lower urinary tract symptoms that are common in prostatic hyperplasia. To our knowledge, few cases of gynecomastia and mastodynia, as a complication of adrenergic alpha-1 receptor antagonist, have been reported to date; no cases have been reported in Korea. We describe a case involving a 78-year-old man treated for prostatic hyperplasia with 13 months of doxazosin. He complained about unilateral gynecomstia and mastodynia. Five months after the discontinuation of doxazosin, the gynecomastia was significantly improved. This is the first reported case of gynecomastia and mastodynia associated with doxazosin use in Korea. (Korean J Med 2016;90:239-242)

        • KCI우수등재

          『중론』「觀四諦品」의 공성 - 『유가사지론』「眞實義品」에 의탁해서 새로 보기

          박인성(Park In Seong) 불교학연구회 2001 불교학연구 Vol.2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By negating the self-nature(=svabh?va), N?g?rjuna manifested de pendent arising(=prat?tyasamutp?da) in each chapter of his Madh ya maka??stra. As the primary characteristic of emptiness(=??nya t?) is to negate this self-nature, if we grasp this meaning of emptiness, we can understand the meaning of dependent arising N?garjuna intended to transmit. this emptiness, however, is likely to be accepted as negativity only. So when we grasp together complementaries such as dependent arising and provisional name(=praj?apti), param?rthasa tya(=truth in terms of ultimate fruit) and samvrtisatya(=truth relating to worldly covention), we can understand that emptinss also contains positivity N?g?rjuna treated the emptiness of positivity in " the exam inatin of the noble truths(=arya-satya-pariks?)," and he conden sed the contents of this chapter in its eighteenth verse. The eigteenth verse is as follows.<BR>  We declare that whatever is dependent arising, that is emptiness.<BR>  That is a provisional name relying upon (dependent arising). That is the middle path.<BR>  (ya? pratityasamutp?da? ?nyat?? t?? pracak?amahe / s? praj?a ptir up?d?ya pratipat saiva madhyam? / /)<BR>  Therefore, if we analyse this verse we come to know more deeply what he means by emptiness and dependent arising.<BR>  If we investigate how the Madhyamika school"s philosophers succeeding N?g?rjuna interpreted the meaning of his emptiness, we can ascertain that they could not enlarge more widely the meaning of emptiness he wished to transmit. These Madyamika school"s philoso phers also accepted his emptiness as a positivity, but they emphasized negativity much more. ultimately they could not develop the various aspects of emptiness.<BR>  However, the yogac?ra school"s philosophers in India and China understood this positivity of emptiness more deeply. It is because they grasped the characteristics of language correctly and acknowledged the function of it that they understood this positivity more deeply.

        • KCI등재
        • KCI등재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서비스디자인의 평가 방안 및 활성화에 관한 연구

          박인성 ( Park In-seong ), 김승욱 ( Kim Seung-uk ) 한국디자인트렌드학회 2014 한국디자인포럼 Vol.42 No.-

          본 연구에서는 현재와 미래의 환경에서 사용자가 지속적으로 증가되고 있는 SNS에 대한 서비스디자인의 차원의 평가방안 개발 및 평가방안을 바탕으로 설문조사를 통하여 사용자들의 SNS에 대한 반응을 연구하였다, 이를 위하여 국내외 많은 사람들이 현재 사용하고 있는 주요 SNS 서비스 중에서 카카오톡, 페이스북 그리고 밴드를 대상으로 한 실증분석을 통하여 보다 실질적인 SNS 서비스디자인의 평가방안을 모색하여 SNS 서비스디자인의 활성화방안을 알아보고자 하였다. 연구결과를 요약해 보면, 인터페이스 영역에서는 카카오톡의 평균 점수가 3.80으로 페이스북(3.25), 밴드(2.99)에 비해서 상당히 높은 점수 차이를 보이고 있는데 이는 카카오톡이 친구맺기 과정, 친구들과 채팅을 하는 상호작용, 친구 차단 또는 선물하기나 허락하기 등과 관련된 감정 서비스들을 잘 처리하고 있다고 볼 수 있다. 두 번째, 사용자 원칙 영역의 평가에서는 카카오톡(3.80), 페이스북(3.13), 밴드(3.02)의 만족도를 보이고 있는데, 특히 사용자 편리성 측면에서 다른 서비스에 비해 카카오톡이 높은 점수(4.00)를 나타내고 있어 짧은 시간에 많은 사용자를 확보할 수 있는 성공요인이 되었다고 할 수 있다. 세 번째, 시각적 구성 영역의 평가에서는 카카오톡(3.55), 페이스북(3.51), 밴드(3.24) 순으로 결과가 나타났는데, 3가지 서비스 간의 시각적 구성 차원의 평가는 큰 차이가 나타나지 않았다. 이용자들은 시각적 구성 차원에서는 크게 서비스의 차별성을 느끼지 못하는 것으로 판단되었다. The number of SNS users is likely to increase rapidly in the future. This research is to see is how to improve evaluation methods of SNS`s service design by analyzing the users` responses in a survey. Among many SNS services, Kakao Talk, Facebook, and Band are chosen to find, through a positive analysis, effective evaluation methods. Hopefully the evaluation methods can suggest how to make SNS`s service design better. The results of the research are as follows: First, in the area of interface, Kakao Talk`s average score is 3.80 which is considerably higher than those of Facebook(3.25) and Band(2.99). Probably it is because Kakao Talk has an advantage in treating emotional relations among people, such as making friends, chatting, closing unwanted relations, giving gifts and permitting. Second, in terms of user rules the levels of users` satisfaction is as follows: Kakao Talk(3.80), Facebook(3.13), Band(3.02). Similarly, Kakao Talk socres best in the area of user convenience. So, the factors may account for why Kakao Talk can be successful in a short period of time and how it can attract many users. Third, in light of visual composition, Kakao Talk also scores best(3.55), but Facebook(3.51) and Band(3.24) are not very far behind. It seems that SNS users are not very sensitive to the services`visual composition.

        • KCI등재

          채만식 해방기 소설의 아나크로니즘 연구

          박인성(Park, In-Seong) 한국현대소설학회 2020 현대소설연구 Vol.0 No.79

          본고는 채만식의 식민지 후기에서 해방기에 이르는 일련의 작품들을 통해서 그의 후기 소설들의 역사의식을 살핀다. 채만식의 소설은 과거의 시대성과 교감하면서 자신만의 동시대 재현과 역사의식을 구성하고 있다. 채만식은 단순히 역사적 허무주의나 전망의 부재에 빠진 개인이 아니라, 해방기라고 하는 문제적 시기를 통해서 다시금 역사화되지 않는 시간들을 ‘현재화'한다. 그 현재화의 가능성은 단순히 역사나 세대의 ‘단절' 및 ‘신생'이라는 단층선만으로 환원되지 않는다. 아나크로니즘은 제3의 대안적 시간성이 될 수 있다. 식민지 시기 소설의 아나크로니즘의 핵심은 동시대 현실 속에 억압되어있는 ‘비동시성의 동시성'을 제한적이나마 암시하는 과정에 있으며 폐쇄적 현실을 직시하는 것에 있다. 이 과정은 작가의 의도적 기획보다 선행하는 억압적인 현실에 잠재되어 있는 피지배적인 목소리들에 대한 현재화다. 본고는 『태평천하』와 『탁류』를 통해서 우선적으로 식민지 시기 채만식의 소설적 전략을 우선적으로 살피고 해방기 소설의 아나크로니즘의 특수성에 주목한다. 친일 경력에 대한 반성적 태도로 인해 채만식은 미래에 대한 주도적인 역사의식이나 건국의 상상력에서 이탈하는 것처럼 보인다. 따라서 채만식의 해방기 소설들에서의 아나크로니즘은 억압적 현실에 대한 대안적 상상력이라기보다는 오히려 건국을 향해 가속하는 시대성으로부터 의도적으로 이탈하거나 불협화음을 내는 쪽에 방점이 찍힌다. 『옥랑사』에서는 미래의 시간성을 주목하는 와중에 역사적 퇴행을 그려내고 있으며, 「소년은 자란다」에서는 건국의 상상력으로부터 완전히 이탈하여 예측할 수 없는 ‘다른 시간'을 현재화한다. 본고는 아나크로니즘이라는 개념어를 통해 채만식 후기의 작품들이 단순히 역사적 낙관주의 혹은 비관주의의 양립적인 구도에 빠져있는 것이 아니라 새로운 역사적 태도를 불완전하게나마 시도하고 있음을 밝힌다. 이것은 채만식이 해방기의 복잡성을 시간과 역사라는 가장 소설적인 수법으로 정확하게 묘사해낸 작가임을 강조하는 것이기도 하다. 해방과 건국은 결코 단일한 시공간적 토대 위에서 완성된 것이 아니다. 오히려 다양한 개별적·집단적 전환이 역동적인 ‘다른 시간들' 사이에서 임시적이나마 겹쳐진 상태에 가깝다. 그리고 채만식은 해방기의 동시대인으로서 그러한 시간성을 그려낸 작가다. This paper examines the historical consciousness of his later novels through a series of works from the late colonial period to the liberation period of Chae Man-sik. Chae Man-sik"s novels compose their own contemporary representation and historical consciousness while communing with the times of the past. Chae Man-sik is not simply an individual who has fallen into historical nihilism and the absence of prospects, but “presents” the times that do not become historical again through a problematic period of liberation. The possibility of currentization is not reduced to simply the fault lines of “breaks” and “new generations” of history or generations. Anachronism can be a third alternative temporality. The core of anachronism in the novels during the colonial period is in the process of implying the “contemporaneity of the uncontemporary” suppressed in contemporary reality in a limited way and to face the closed reality. This process is the presentization of the dominant voices latent in the oppressive reality that precedes the artist"s intentional planning. This paper first examines the novel strategy of Chae Man-sik during the colonial period through 『Taepyeong Cheonha』 and 『Takryu』, and focuses on peculiarity of anachronism in novels during the liberation period. Due to his reflective attitude toward his pro-Japanese career, Chae Man-sik seems to deviate from the leading historical consciousness for the future or the imagination of the founding country. Therefore, the anachronism in Chae Man-sik"s liberation period novels is not an alternative imagination to the repressive reality, but rather is focused on deliberately deviating from the accelerating period toward the founding of the country or creating a dissonance. In 『Okrangsa』, a historical regression is drawn while paying attention to the future temporality, and in "Boys Grown Up", the unpredictable "different time" is made present by completely deviating from the imagination of the founding country. Through the concept term of anachronism, this paper reveals that Chae Man-sik"s later works are not simply immersed in the compatible composition of historical optimism or pessimism, but incompletely attempting a new historical attitude. This also emphasizes that Chae Man-sik is a writer who accurately portrayed the complexity of the liberation period with the most novel techniques of time and history. Liberation and founding have never been completed on a single spatio-temporal basis. Rather, it is close to a state in which various individual and collective transformations are temporarily overlapped between dynamic "different times". And Chae Man-sik is an artist who portrayed such temporality as a contemporary person during the liberation period.

        • KCI등재
        • KCI등재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