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원문제공처
          펼치기
        • 등재정보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펼치기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지친 것들을 구원해 줄 수 있는 자연(自然) : 기형도 시 세계

        진영미 반교어문학회 2003 泮橋語文硏究 Vol.15 No.-

        우리 인간들은 자연의 운행 질서를 거역하는 것이야말로 자신들의 위대성을 실현하는 것인 양 착각하며 살아왔다. 기형도 역시 그의 <시작메모>에서 ‘한동안 무책임한 자연의 비유를 경계하느라 거리에서 시를 만들었다’고 하였다. 여기서 ‘만들었다’는 것은 인간의 힘이 작용한 위(爲)요 작(作)을 말한다. 무위(無爲)와 무작위(無作爲)인 자연의 상대개념이다. 기형도가 애써 거리에서 시를 만든 것은 참담한 삶에 비해 담담하기만 한 자연이 너무나 무책임하게 생각되었기 때문이다. 그리하여 자연에 반기라도 들고 싶은 심정으로 애써 ‘거리에서 시를 만들었’고, 비록 그 ‘거리의 상상력은 고통이었’지만 그는 ‘그 고통을 사랑하였다.’ 그러나 인간은 자연 앞에 얼마나 나약한 존재인가. ‘그해 여름 땅바닥은 책과 검은 잎들을 질질 끌고 다녔다’.(<입 속의 검은 잎>) 여름과 대지(大地)라는 대자연의 위력 앞에 인간과 그들의 작품이 전혀 맥못추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아무리 고통을 사랑하였던 그였건만 결국 온갖 출렁거림 속에서도 도도히 흘러가는 물줄기와 같은 ‘그렇게 하지 않으려고 해도 절로 그렇게 되는’[莫之然而然] 자연의 도 앞에 고개를 숙이지 않을 수 없었던 것이다. 자연의 이법적 질서 안에서 보면 빛과 어둠, 그리고 그 언저리에 놓여 있는 모든 것들은 자체 끊임없이 변화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변화는 곧 생명력이다. 이 생명력은 희망이든, 절망이든, 아니면 희망과 절망이 뒤섞인 상태이든, 그 어떠한 것에도 깃들여 있기 마련이다. 아무리 빛과 어둠, 희망과 절망, 삶과 죽음의 관계가 한 치도 양보할 수 없는, 응집을 위한 구심력과 해체를 위한 원심력 사이의 팽팽한 줄다리기와 같은 긴장관계일지라도 그것들은 공존할 수밖에 없다. 서로의 관계는 절대 어느 한 쪽으로 치우칠 수 없는, 그리하여 대립 충돌 속에서도 상보할 수밖에 없는 자연의 운행 질서이기 때문이다. 기형도가 인간의 잣대가 아닌 자연의 잣대로 인간의 삶을 진단한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다. 인간은, 아무리 대낮의 빛을 차단하고 어둠을 마음대로 지배함으로써 꽝꽝 빛나는 불빛으로 인해 스스로 황홀해하거나 곤두박질칠지라도 기본적으로 인간 역시 나뭇잎과 같은 존재이기에 끝내는 공중에 날리던 눈이 땅속에 스며들 듯 자연으로 돌아갈 수밖에 없다. 이것은 그 동안 숱하게 저질러온 인간의 과오들이 자연의 품안에서는 어느 정도 화해의 가능성이 있음을 암유(暗喩)한 것이기도 하다. 기형도 시가 빛과 어둠의 부조화로 인한 비정상적이고 뒤틀린 세상을 조형해낸 것으로 그쳤다면, 그의 시는 암울하기만 했을 뿐 독자들에게 그다지 큰 감동을 주지 못했을 것이다. 그러나 그는 빛과 어둠의 세계를 예리하게 그리고 냉엄하게 진단함으로써 그것들의 내밀한 의미를 찾는 동시에 인간의 작위(作爲)로 인해 초래된 온전치 못한 세상을 치유하고자 하였다. 기형도는 인간을 자연물과 동일시함으로써 빛과 어둠, 절망과 희망, 삶과 죽음의 문제를 인간 중심적 차원이 아닌 우주론적 차원으로 끌어올리고 있다. 기형도가 가장 위대한 잠언이 자연 속에 있다고 하였듯, 기형도 시의 생명력과 위대성 역시 자연 속에 있음을 알 수 있다. 人類一直把對自然秩序的違逆當作偉大的自我實現而生活至今. 奇亨度亦在其 小序 中說道:“爲了警척一段時間以來對自然不負責任的比喩, 我在路上作了這首詩.”這里‘作詩’的行爲是一種利用人類力量的‘作’和‘爲’. 而‘無爲’和‘無作爲’則是自然的相對槪念. 在大自然的二元對立秩序中, 光明和黑暗, 以及置于他們周圍的一切物體本身都在不斷的變化. 變化就是生命力. 不管這生命力是希望, 是絶望,還是希望和絶望錯綜的狀態, 他們都必然蘊涵于萬事萬物之中. 雖然光明和黑暗, 生和死之間一寸也不能互相讓步, 雖然這種指向凝聚的向心力和指向解體的離心力之間維持着如拔河一樣 緊的狀態, 但他們却又不得不共存一處. 因爲自然的秩序就是這樣, 兩者不肯向任何一方傾斜,同時却又在相互?突中互補. 奇亨度不以人類的判斷標準, 而以自然的判斷標準來診斷人生的原因正在于此. 不管人類是如何的遮斷白天的陽光, 如何隨心的支配黑暗, 如何因耀眼的火光獨自恍惚或眩暉, 他們從根本上說都只是如樹葉般的存在而已,最終都只能像飛向空中的雪花重新潛入大地一樣又回到自然. 這也是一種暗喩, 暗示着人類在其間所犯的錯誤終究有可能在大自然的懷抱中得 到某種程度的和解. 如果奇亨度的詩僅僅停留在對由于光明和黑暗的不和解而引起的非正常的뉴曲的世界的描寫的話, 他的詩便只會充滿陰暗, 而不會給讀者帶來深深地感動, 然而他對光明和黑暗進行了敏銳, 冷靜地分析, 再?到他們表現出來的意義的同時, 幷試圖治愈由于人的所作所爲而導致的不健全的世界. 奇亨度認爲人和自然萬物同時存在, 所以把光明和黑暗, 希望和絶望,生和死的問題題升到了宇宙觀論的層面, 而不是停留在人本主義的層次.奇亨度曾說最偉大的箴言就在自然之中, 而奇亨度詩作的生命力和偉大性亦蘊含在自然之中.

      • 집단전통놀이 활동이 유아의 사회성 발달 및 정서지능에 미치는 영향

        진영미,박향아 한국생태유아교육학회 2015 한국생태유아교육학회 학술대회자료집 Vol.2015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KCI등재
      • KCI등재

        집단 전통놀이 활동이 유아의 사회성 발달과 정서지능에 미치는 영향

        진영미,박향아 한국생태유아교육학회 2016 생태유아교육연구 Vol.15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The purpose of the study is to understand the effects of traditional group play on preschoolers, acquisition and development of social skills and emotional intelligence. The experiment was conducted on 40 four-year-old preschoolers, divided into an experimental group consisting of 21 preschoolers and a control group of 19 preschoolers. The subjects in the experimental group participated in 48 sessions of an outdoor traditional group play program, conducted 3 times per week over the course of 16 weeks while the subjects in the control group did not participate in any special activities and simply followed their daily routines. The data were collected in the pre- and post-trial assessments; subsequently, the averages and standard deviations were analyzed for covariance to test for significant differences between the two groups. The results show that first, traditional group play has significant effect on an infant’s sociality. Second, traditional group play indicates a significant impact on the development of an infant’s emotional intelligence. The results clearly signify that traditional group play positively influences the development of social skills and emotional intelligence through facilitating group formations and peer interactions. 전통놀이가 유아의 발달과정에 매우 중요하다는 기존의 연구 결과에도 불구하고, 집단 전통놀이가 유아의 발달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연구는 많지 않다. 본 연구에서는 집단 전통놀이 활동이 유아의 사회성 발달과 정서지능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는 데 있다. 본 연구를 위해 만4세 유아 40명(실험집단 21명, 통제집단 19명)을 선정하였고, 실험집단을 대상으로 비석치기, 투호놀이, 술래잡기, 윷놀이, 남대문놀이, 꼬리잡기, 강강술래, 남생이놀이 등으로 구성된 집단 전통놀이 프로그램을 주 3회 48차시 실시하였다. 연구도구는 유아의 사회성 척도와 유아의 정서지능 척도를 사용하였다.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집단 전통놀이 활동이 유아의 사회성 발달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집단 전통놀이 활동이 유아의 정서지능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는 유아가 집단을 이루며 또래 간의 상호작용을 용이하게 끌어내는 집단 전통놀이는 유아의 사회성과 정서발달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점을 시사한다.

      • KCI등재후보

        중국학 관점에서 본 『한국문집총간』

        진영미 한국고전번역원 2007 民族文化 Vol.- No.30

        자국의 문학을 배우는 학생들마저 외국문학에 눈을 돌리고 있는 것이 오늘날의 세계적인 추세이다. 북경대학 중문과 또한 예외가 아니다. 중문과 교과과정을 분석해보면, ‘중국문학과 세계문학’이라는 세부전공과 관련 외국문학에 많은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미국·영국·프랑스 ·독일 등 구미문학과 관련된 강좌가 이미 개설되어 있고, 일본의 경우도 ‘日本中國學名著導讀’이라는 강좌가 개설되어 있다. 그런데 한국문학과 관련된 강좌는 없다. 한국은 지정학적으로 중국과 국경을 맞대고 있는 이웃나라이다. 이런 이유로 한국과 중국은 예나 지금이나 정치·경제·문화·예술·교육 등 제 분야에 걸쳐 교류가 매우 활발한 편이다. 중국 유학생을 보더라도 유학생의 과반수이상이 한국학생일 정도이다. 북경대학 중문과 교과과정의 변화추세와 양국간의 교류 상황을 고려해 볼때, 중국에서의 한국문학 관련 교과과정 개발은 반드시 이루어져야 할 시급한 과제임이 분명하다. 『韓國文集叢刊』은 한국정부 지원 하에 민족문화추진회에서 1987년부터 해마다 20책씩 간행하고 있는 한국의 주요 古典籍을 종합적이고 체계적으로 집대성한 방대한 한문자료집이다. 이 자료집 속에는 중국문학을 연구하는 데 도움이 될 만한 비평자료가 많다. 게다가 한자로 표기되어 있어 16억 인구의 한자문화권에 쉽게 진입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한국문집총간』의 이러한 특성으로 인해 이 자료집을 활용하여 만든 책자가 북경대학에서 연구 자료로 활용된다면 학생과 연구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문학을 예로 들면, 해외에서 바라본 중국문학, 중국문학이 한국문학에 끼친 영향 등 한중비교문학연구에 적지 않은 도움이 될 것이다. 특히 외국에서 보는 중국문학비평론을 통해 중국 연구자들이 중국문학을 객관적으로 바라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도 보인다. 한국의 경우, 수준 높은 詩文을 통해 한국문인들의 우수성을 중국에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될 것이다. 확장된 논리로 『한국문집총간』속에서의 중국문헌·양국문인교류·『사기』 『한서』를 중심으로 한 역사 등 중국학 전반에 걸쳐 논의해 볼 수 있을 것이다.

      • KCI등재
      • KCI등재후보

        중국학 관점에서 본 『한국문집총간』

        진영미 한국고전번역원 2007 民族文化 Vol.- No.30

        It is a world-wide trend today that even those students majoring in the literature of their native lands are increasingly turning their sight to the literature of other countries. The Dept. of Chinese Language and Literature at Peking University (PKU) is no exception. An analysis of the department’s curriculum reveals that much effort is being invested in the development of courses in the literature of other countries, as evidenced in the existence of areas of specialisation such as “Chinese Literature and World Literatures”. Courses are offered on the literatures of the U.S. and of European countries such as Britain, France and Germany. There is also a course on Japan entitled “Guided Reading of Renowned Sinological Works in Japan”. However, none are offered on the literature of Korea. Korea is a neighbouring country of China that shares a common border. Due to this geographical proximity Korea and China have carried on extensive exchanges in the political, economic, cultural, artistic and educational realms since time immemorial. This trend has continued to the present to the extent that over half of all foreign students currently attending school in China come from the Republic of Korea. Given the timely changes in the curriculum of the Department of Chinese Language and Literature of PKU and the sheer scale of mutual exchanges between China and Korea, it is imperative that a curriculum for the teaching of Korean literature in China be devised as soon as possible. The Anthology of Korean Classics is a collection of major traditional Korean literary, historical and philosophical works written in classical Chinese that have been systematically organized and compiled by the Korean Classics Research Institute, with funding provided by the Korean government. Since 1987, the Institute has published 20 volumes of the anthology annually. Much critical material that provide key insights into the study of things Chinese are found in the anthology which can claim as an additional advantage the fact that its contents are written in classical Chinese, the common written language of 16 billion people in the Chinese cultural sphere. Such characteristics of The Anthology of Korean Classics make credible the conjecture that using research materials for Peking University students and researchers based on its rich contents will prove to be a huge success. To mention an example of literature, the project will benefit studies of Chinese literature outside of China and studies on the influence of Chinese literature on Korean literature, as well as the overall comparative study of Korean and Chinese literatures. It will also provide a good opportunity for Chinese scholars of Chinese literature to assess Chinese literature from an objective perspective through critical works on Chinese literature from abroad. For Koreans, it will provide the means to let Chinese scholarship know of the excellence of the poetry and prose written in classical Chinese by Korean writers of the past. The Sinology(Chinese publications, the cultual exchange between Korea and China, criticism on ‘Document of Chinese History: shiji’ ‘A History of Han Dynasty: Hanshu’, etc.) within The Anthology of Korean Classics may be assessed in a similar but expanded manner. 자국의 문학을 배우는 학생들마저 외국문학에 눈을 돌리고 있는 것이 오늘날의 세계적인 추세이다. 북경대학 중문과 또한 예외가 아니다. 중문과 교과과정을 분석해보면, ‘중국문학과 세계문학’이라는 세부전공과 관련 외국문학에 많은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미국·영국·프랑스·독일 등 구미문학과 관련된 강좌가 이미 개설되어 있고, 일본의 경우도 ‘日本中國學名著導讀’이라는 강좌가 개설되어 있다. 그런데 한국문학과 관련된 강좌는 없다. 한국은 지정학적으로 중국과 국경을 맞대고 있는 이웃나라이다. 이런 이유로 한국과 중국은 예나 지금이나 정치·경제·문화·예술·교육 등 제 분야에 걸쳐 교류가 매우 활발한 편이다. 중국 유학생을 보더라도 유학생의 과반수이상이 한국학생일 정도이다. 북경대학 중문과 교과과정의 변화추세와 양국간의 교류 상황을 고려해 볼 때, 중국에서의 한국문학 관련 교과과정 개발은 반드시 이루어져야 할 시급한 과제임이 분명하다. 『韓國文集叢刊』은 한국정부 지원 하에 민족문화추진회에서 1987년부터 해마다 20책씩 간행하고 있는 한국의 주요 古典籍을 종합적이고 체계적으로 집대성한 방대한 한문자료집이다. 이 자료집 속에는 중국문학을 연구하는 데 도움이 될 만한 비평자료가 많다. 게다가 한자로 표기되어 있어 16억 인구의 한자문화권에 쉽게 진입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한국문집총간』의 이러한 특성으로 인해 이 자료집을 활용하여 만든 책자가 북경대학에서 연구 자료로 활용된다면 학생과 연구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문학을 예로 들면, 해외에서 바라본 중국문학, 중국문학이 한국문학에 끼친 영향 등 한중비교문학연구에 적지 않은 도움이 될 것이다. 특히 외국에서 보는 중국문학비평론을 통해 중국 연구자들이 중국문학을 객관적으로 바라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도 보인다. 한국의 경우, 수준 높은 詩文을 통해 한국문인들의 우수성을 중국에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될 것이다. 확장된 논리로 『한국문집총간』 속에서의 중국문헌·양국문인교류·『사기』 『한서』를 중심으로 한 역사 등 중국학 전반에 걸쳐 논의해 볼 수 있을 것이다.

      • Network externality, 기술 확산과 소셜 네트워크

        진영미 한국통신학회 2012 정보와 통신 Vol.29 No.7

        새로운 정보나 기술 확산에 대한 연구가 소셜네트워크의 발전과 함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정보와 기술 확산에는정보/기술의 품질과 함께 얼마나 많은 사람이 정보/기술을 선택했는 지도 중요한 영향을 미친다. 동일한 정보/기술을 선택한 사람들 수를 network exteranlity라고 한다. 일반적으로 사람들이 의사결정을 할때에는 본인의 가족,친구등에 의해 많은 영향을 받기 때문에 사회적 관계도 또한 network externality는 단순히 동일한 선택을 한 사람수가 아닌 사회적인 관계가 있은 사람들 안에서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동일한 선택을 하는지가 중요하게 된다. 이러한 사회적 관계는 그래프로 나타낼 수 있다. 사회적 관계에 의한 영향들은 사람과 사람들간의 local interaction에 의해 결정된다. 본 고에서는 network 상에서 정보/기술이 확산 연구의 전반적인 주제들을 network externality 관점에서 살펴보고, 현재 활발하게 진행중인 연구 주제들을 알아본다.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