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텍스트 마이닝을 이용한 청소년 문제 토픽 모델링

        조주연,조경원 한국정보통신학회 2018 한국정보통신학회논문지 Vol.22 No.12

        The purpose of this research is to search for and identify trends in adolescent problems on internet news sites. Amongthe domestic internet news sites, 8,110 articles on adolescent problems from 1993 to 2018 were analyzed for the top threetop-ranked ‘The Chosunilbo’, ‘The Dong-A Ilbo’, and ‘Korea Joongang Daily’ news sites. As a result of this study, wehave been able to understand the topic of adolescent problems in internet news sites for the last 26 years and find outthat the trend of articles has been changed considering the environment, policies and culture related to adolescentproblems. This study is meaningful to start from the method to examine the social trends of existing adolescent problems,to expand the scope of adolescent problems and counseling, to use quantitative analysis methods and to provide newinformation to consider diversity. 본 연구는 인터넷 뉴스 사이트에 실린 청소년 문제를 탐색하고 그 동향을 파악하는데 목적이 있다. 국내 인터넷 뉴스 사이트 중 2018년 기준으로 상위 3위의 ‘조선일보’, ‘동아일보’, ‘중앙일보’ 뉴스 사이트를 대상으로, 1993년부터2018년 상반기까지 총 8,110건의 청소년 문제 관련 기사가 분석에 활용되었다. 연구 결과 최근 26년간의 인터넷 뉴스 사이트에서 청소년 문제가 어떤 주제로 기사화되어 왔는지 파악하였으며, 기사 추이가 청소년 문제와 관련된 시대별 환경, 정책, 문화 등을 고려하여 변화되어 왔음을 파악할 수 있었다. 본 연구는 기존 청소년 문제의 사회적 동향을 살펴보기 위한 방법에서 시작하여 청소년 문제나 청소년 상담의 범위를 확장하고 다양성을 고려하는데 정량적인분석 방법을 사용하고 새로운 정보를 제공하는 것에 의의가 있다.

      • KCI등재

        공무원의 시민에 대한 인식유형과 성과관리체계의 수용성과의 관계에 대한 분석

        조주연,이석환,주효진 한국비교정부학회 2013 한국비교정부학보 Vol.17 No.3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SCOPUSKCI등재
      • 인문 정책과 경제사회·예술·과학기술 정책의 상호연계 증대방안

        조주연 경제·인문사회연구회 2008 인문정책연구총서 Vol.- No.3

        o 산업사회로부터 지식기반사회로 이행한 21세기의 학문에 대한 요구는 순수 학문의 전문적 분과 체계를 탈피한 실용적이고 총합적인지식의 생산임. o 이를 위해서는 학문의 제 분과들이 균형 발적전하는 가운데 상호 연계를 이루면서 융합되어야 함. o 그러나 지식기반사회로의 이행이 일어나기 시작한 20세기 후반에는 새 시대의 학문적 요구가 수요자 중심의 실용성에 치우쳐 이해되었고, 이에 따른 신자유주의적 대학 개혁이 단행되면서 기초 학문, 특히 인문학은 세계적으로 위기에 빠짐. o 우리나라에서도 1995년 5·31교육개혁의 뒤를 이은 학부제의 도입 이후 인문학은 존폐의 위기에 처하여 1996년 인문학 위기 선언을 촉발했으며, 그로부터 10여년이 지난 2006년에 다시 한 번 반복됨. o 1996년과 2006년 사이 인문학의 위기에 대한 정부의 정책 대응은, 특히 2002년 이후 지원 금액의 측면에서는 결코 적지 않았음. o 그럼에도 불구하고 인문학의 위기 상황 개선이라는 정책 효과가 나타나지 않은 것은 인문학에 대한 지원이 통합 학문을 위한 제반 학문간의 상호 연계라는 학문 정책의 큰 그림 없이 인문학에만 긴급 수혈을 하는 방식으로 이루어진 것이 주요 원인임. o 이런 방식의 지원은 지식기반사회의 요청에 부응하는 인문학의 변화를 견인하는 데 한계가 있을 뿐만 아니라, 한정된 지원금을 둘러싼 인문학계 내부의 소모적인 경쟁을 부추기는 역효과마저 있음. 따라서 지금까지와는 다른 인문 정책의 획기적 개선이 있어야 하나, 현재 한국에는 인문 정책을 연구하는 기구조차 없고 더 근본적으로는 학문 정책 자체가 과학기술에 치중해서 통합 학문 체계의 발전을 기대할 수 없는 상황임. o 이러한 한국적 상황의 문제를 해결하는데 참고가 되는 해외의 사례로는 일본과 영국 그리고 프랑스를 들 수 있음. - 일본은 2001년-2002년 사이에 한시적인 기구로 인문사회과착특별위원회를 설치하여 인문학의 위기에 대응했으며 그 결과로 시작된 인문사회과학프로젝트는 기존의 분과 체계에 안주하던 인문학의 실천성과 학제성을 끌어내는 데 어느 정도 성과를 거두고 있으나 인사프로젝트에 배분되는 지원금은 일본학술진흥회 전체 예산의 1%에도 미치지 못하는 상황으로 인문학의 회생과 이를 발판으로 한 학문의 균형 발전 및 통합 학문의 육성으로의 진전은 기대하기 힘듦. 이러한 상황은 인문학의 위기가 학문의 균형 발전이라는 견지에서 차지하는 심각한 의미에 대한 일본의 이해 부족을 시사하며 이는 인사특위라는 한시적인 기구로 인문학의 위기에 대응하려 한 결과임 따라서 일본의 경우는 특별위원회의 설치 정도로는 인문학의 위기 및 통합적 학문 체계의 구축이라는 문제를 해결할 수 없음을 알려주는 사례임. - 이에 반해 영국은 인문학의 위기에 대한 대응이 일본과 마찬가지로 위원회(디어링 위원회 1997)에서 출발했으나 제도적인 기구의 설립(AHRB 1998)으로 나아갔다는 점에서 일본과의 차이가 있음. 14개월 동안의 연구 240번의 회의 380번의 공청회를 거쳐 산출된 디어린 리포트는 인문학을 포함한 기초학문의 위기가 영국의 고등교육 및 국가 경쟁력에 심각한 위기를 초래할 수 있음을 인식시켰으며 이를 바탕으로 설립된 AHRB는 신자유주의의 압력 아래 극도의 위축 상태에 빠져 있던 예술과 인문학을 진흥하는 제도적 기반을 제공했음. 그러나 21세기로 접어들면서 통합 학문의 요구가 강화됨에 따라 AHRB는 2005년 AHRC로 발전했으며 이로써 영국의 학문지원기구들의 통합체인 RCUK의 산하기구가 되었고 이를 통해 영국의 인문학은 경제사회 예술 과학기술 등의 제반 학문 분야들과 상호연계된 통합 연구와 결합하면서 순수한 분과학문체계를 탈피하여 오늘날의 사회적 역사적 삶에 이바지하는 실천적이고도 통합적인 학문으로 나아가고 있음 따라서 영국의 경우는 제도적인 기구의 설립이 인문학 자체의 건전한 육성뿐만 아니라 인문학을 통합 학문체계의 일원으로 육성하는 21세기적 인문학 진흥정책의 선결조건임을 시사함. - 가장 바람직한 사례는 프랑스임 프랑스는 CNRS를 통해 기초학문에 대항 지원과 통합적인 연구를 일찍이 1939부터 해왔음 이에 따라 CNRS 산하의 SHS(인문사회분과)는 다른 학문 분과들과 연계하는 연구를 활발하게 때로는 주도적으로 하고 있음 또한 SHS는 MHS(인문학의 집)이라는 제도를 통해 정부 차원의 연구와 지역 대학의 연구를 연계하는 구조를 활성화시키고 있음가장 주목할 만한 것으로는 CNRS가 매년 박사급 연구원들을 채용해서 국가적 연구인력으로 활용하고 있다는 사실임 2008년 현재 CNRS에 채용되어 있는 박사급 연구원은 11,600명이고 이 가운데 SHS 소속의 연구원은 2,160명(2002년 기준)임 o 위와 같은 해외 사례를 바탕으로 해서 이 보고서가 제시하는 정책제안은 다음과 같은 4가지임. 1) 현재 경제·인문사회연구회 내에 특별위원회로서 존재하고 있는인문정책연구위원회를 인문정책연구원으로 독립 발전시켜야 함. 이를 통해서만 새로운 시대에 걸맞는 인문학의 변화를 견인하고 나아가 통합 학문 체계의 일원이 될 수 있도록 육성할 수 있을 것임. 2) 현재 과학기술계로만 배타적으로 구성되어 있는 국가과학기술위 원회에 인문사회전문위원회를 신설하여 국가 연구개발비가 특정 분야에 독점되는 것이 아니라 통합 학문 체계의 구축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해야 함. 3) 국가교율과학기술자문회의의 위원 구성도 학문적 균형을 위한 안배가 필요함 이르 위해서는 자문위원 안에 인문학과 사회과학의 위원이 적어도 1인씩 포함되도록 재구성해야함 4) 여전히 산업시대의 연구 수요에 맞추어 경제학 전공자가 40%에 육박하는 경제 인문사회연구회 소관 23개 정부출연연구기관의 전공 분포를 지식기반사회의 연구 수요에 따라 변화시킬 필요가 있음 인문학 전공자를 대폭 채용하는 것은 통합적인 연구를 위한 출발점일뿐만 아니라 인문학 전공의 고급인력이 처해 있는 극심한 적채 상태를 대폭 해소할 수 있는 획기적인 정책 효과가 기대됨.

      • KCI등재

        자궁경관무력증 치료에서 봉합수술 부위 및 안정과 수술 성공률

        조주연,성혜리 대한산부인과학회 1995 Obstetrics & Gynecology Science Vol.38 No.1

        1985년 7월부터 1993년 12월까지 8년 6개월간 서울 차병원 산부인과에 과거 자궁경관 무력 증으로 인하여 임신을 실패한후 과거 다른 병원에서 수술을 받은 적이 없는 환자 78예와 한 번이상 자궁경관 봉합수술을 받았으나 실폐한 32예를 대상으로 McDonald 자궁경관 봉합수 술을 함에 있어서 첫수술 환자는 봉합 부위를 최대한 높여서 그리고 반복 수술환자는 과거 수술 부위보다 높여서 수술을 하고 만삭까지 산모의 활동을 상당히 제한하고 안정을 시켜서 다음과 같은 결과를 얻었다. 1. 첫 수술에서 성공률은 원인불명일 때 95.5%, 조산 가능한 원인이 있을 때 66.7%이었으며 전체적으로 91%였다. 2. 재수술에서 성공률은 원인불명일 때 90% 원인이 있을 때 58.3%이었으며 전체적으로 78.1%이었다. 3. 신생아 체중을 수술전과 비교해보면 수술후에는 같은 임신주수에도 체중이 더 나가며 비슷한 시기에 본 병원에서 같은 평균 임신주수에 출생한 신생아의 평균체중보다 모두에서 무거운 경향이 있는 것을 볼 수 있었다. 4. 과거에 수술을 했으나 실패한 환자에서 과거 봉합수술 부위보다 더 높은 부위에 봉합을 한 것과 수술후 안정을 시켜서 태아 체중 증가를 위해 노력한 것이 과거 수술 실패한 환자 에서 78.1% 성공의 큰 원인이었을 가능성이 있다. 5. 자궁경관 무력증 치료방법으로 McDonald 봉합수술을 사용할 때 최대한 수술부위를 높이고 수술후 안정을 시키는 것이 좋은 효과를 나타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Mcdonald operation was done for 110 IIOC patients of which 78 cases were primary operation and 32 cases were repeat operation in CHA general hospital from July 1987 to December 1993. The repeat operation cases had undertaken cervical cerclage operation at other clinic but failed to achieve living baby. After present operation the patients were advised to have ralatively strict rest untill term or near term. The results were as follows 1. In primary operation the success rate was 95.5% when the cause of IIOC was known. The success rate was 91% in the total patients . 2. In repeat operation the success rate wa 90% when the cause of IIOC was unknown and 58.3% when possible cause of IIOC was known. The success rate was 78.1% in the total patients.

      • KCI등재

        대학생들의 콘돔사용 태도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조주연,함미영,남범우,류은정 한국자료분석학회 2009 Journal of the Korean Data Analysis Society Vol.11 No.6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The aim of this study was to identify sexual behavior and predictors of the condom attitude for measuring the attitude, self-efficacy, knowledge, perceived risk toward condom use in sexual relationships. This study used a cross-sectional, correlational design using an exploratory survey methodology through self-reported questionnaires. The questionnaires was administered to 349 college students using a convenience sampling. The percent of subjects that experienced sexual intercourse was male 62.8%, female 28.1%. The respondents' score of condom attitude was a mean score 55.19±11.19. The predictive power of the model for explaining condom attitude was 31.8%. The significant predictors of condom attitude were sex, use the condom(past 6 month), experience of pregnancy, smoking, self-efficacy. Further research is needed to identify the prevalence rate of condom attitude using more reliable variables. A sex education program should be developed for promoting behavior of condom use and formation of positive condom attitude among sexually active college students. 본 연구는 성 활동이 자유로워지는 대학생 시기에 자율성이 강조되는 안전한 성을 시도하기 위해 콘돔사용 태도를 확인하고, 이에 영향을 주는 영향요인을 확인하고자 시도하였다. 본 연구 결과, 대학생들의 성 활동의 특성은 성교 경험은 증가하고 있지만, 첫 성교 시 피임실천이나 지속적인 피임실천은 낮으며, 주로 사용하는 피임방법은 질외사정법인 것으로 나타났다. 대학생들은 성 활동이 증가함에 따라 초래되는 원치 않는 임신, 성 전파 질병의 위험에 처해 있으며 이를 예방할 수 있는 콘돔사용 실천이 요구된다. 콘돔사용 태도과 콘돔사용 지식, 콘돔사용 자기효능은 중간정도로, 위험성에 대한 지각은 높은 편이었다. 콘돔사용 태도가 긍정적일 수록 콘돔사용 지식과 자기효능, 지각된 위험성 정도가 높았다. 본 연구에서 대학생들의 콘돔사용 태도가 비교적 긍정적이고, 콘돔사용 지식정도나 자기효능이 높은 수준은 아니었지만 중간 정도를 나타내었고, 높은 수준의 위험성에 지각은 바람직한 결과이지만 안전한 성행위를 유도할 수 있는 지속적인 피임교육이 필요하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