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소년분류심사서 시설내처우 결정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조윤오(Cho, Youn-Oh) 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 2011 한국청소년연구 Vol.22 No.4

          본 연구는 폭력청소년에 대한 분류심사서 최종 의견이 남녀 성별에 따라 어떻게 달라지는지 살펴보고, 소년분류심사서 내 조사 항목을 검토하여 시설내처우 결정 관련 요인을 분석하는데 연구 목적이 있다. 2008년 9월부터 2009년 9월까지 약 1년 동안 이루어졌던 총 412명의 폭력청소년 분류심사서를 분석한 결과, 남자 폭력청소년(N=296)의 경우 보호자 보호의지, 가출경험, 피해자 합의유무, 중퇴유무, 성폭력 행위가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시설내처우 결정 요인이었던 반면, 여자 폭력청소년(N=116)은 보호의지와 가출경험, 결손가족(편부가정) 세 요소가 시설내처우 결정 요인인 것으로 나타났다. 시설내처우 결정에 있어 남녀 간의 성별 차이가 존재하는바, 성별에 따른 소년처우 특성화(gender-specific) 방침이 소년원과 보호관찰소, 지역사회 사후지도 전반에서 종합적으로 고려되어야 할 것이고, 동시에 성별 기준 관련 문제들에 대한 논의가 보다 심층적으로 다뤄져야 할 것이다. This study was undertaken in order to explore the risk factors of violent youths who were in the process of the juvenile classification system in South Korea. In particular, this study aimed at unveiling gender difference in terms of the risk factors that might affect the “facility-based treatment” decision of investigation officers. Girls were traditionally expected to be significantly less aggressive than boys. Therefore, violence was regarded as a predominantly male phenomenon for the first three quarters of the twentieth century. However, the numbers of female youth crimes have increased over the past decade, and adolescent violent crimes have begun to be the subject of tremendous concern in terms of the nature and potential risk factors of female offending. To address this crucial issue, the current study examined the high risk factors of 412 violent youth criminals by analyzing their official youth risk assessment reports. The youth classification and risk assessment reports were written by professional investigation officers in the Seoul Classification Center from September 2008 to September 2009. The risk factors were categorized into three dimensions: (1)individual demographic characteristics, (2)crime-related characteristic, (3)and family characteristics. The logistic regression analysis for the violent male youth demonstrated that on average, whether they were runaways, school dropouts, sex offenses, victim compensation, and family guardianship risk factors increased the odds of a young adult being referred to a youth detention center when other risk factors were statistically controlled. On the other hand, the second logistic regression model for violent female youth indicated that the likelihood of receiving a “facility-based treatment” decision depended on only three factors; whether they were runaways, family structure, and family guardianship. Specifically, there was a statistically 38.0% greater chance of receiving facility-based decision in the case of runaway girls than the girls who did not have any experience of being runaways. In addition to this, relevant policy implications are also discussed.

        • KCI등재

          성범죄자의 성적 일탈경험과 자기합리화에 관한 연구

          조윤오(Cho Youn Oh),이미정(Lee Mi Jeong) 한국공안행정학회 2009 한국공안행정학회보 Vol.18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이 연구는 성범죄자의 성도착 행위와 자기합리화의 관계를 탐구한다. 특히 노출증, 소아기호증과 같은 성적 일탈행위가 범죄자의 인지 왜곡에 어느 정도 영향을 미치는지 살펴보는 것이 이 글의 주된 목적이다. 여기에서 성범죄자의 성적 일탈행위는 노출증, 음란전화, 소아기호증, 스토킹, 마찰도착증 다섯 가지이며 자기합리화는 성역할 태도와 강간통념, 성폭력인지도 세 가지로 성폭력 범죄자의 왜곡된 인지구조를 측정한다. 따라서 이 연구의 핵심 대상은 성적 일탈경험이 있는 성폭력 범죄자이다. 관련 변수 및 자료 분석을 위해 2007년도에 한국형사정책연구원이 설문조사로 수집한 성범죄자 데이터를 한국사회과학자료원에서 다운받아 활용하였다. 원래 설문대상은 조사 당시 성폭력 범죄로 보호관찰 처분을 받고 있거나 교도소에 수용된 남성성범죄자 658명이었으나 이 연구에서는 결측값(43명)을 제외하고 성도착증 범죄자(81명)와 일반 성범죄자(534명) 두 집단의 데이터만을 활용하여 총 615명의 성폭력범죄자를 연구 대상으로 하였다. 성폭력범죄자 데이터를 이용하여 성적 일탈경험이 있는 성범죄자가 일반 성범죄자와 자기합리화 측면에서 어떠한 차이가 있는지 t-test 및 로지스틱 회귀분석을 통해 살펴보았다. 분석 결과 성적 일탈경험이 있는 집단이 그렇지 않은 집단 보다 동종전과, 강간, 성희롱 모든 측면에서 성범죄를 더 많이 저지르는 것으로 나타났고 두 집단이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평균 차이를 보였다. 또한 성도착증 범죄자들의 자기합리화 태도를 일반 성범죄자들과 비교해 본 결과 성적 일탈집단이 일반 성범죄집단보다 인지 왜곡이 더 심하여 자기합리화가 강하게 나타났다. 로지스틱 회귀분석 모델 결과 다른 변수들을 통제했을 때 연령, 정신장애, 성폭력 인지도가 성적 일탈행위의 가능성을 증가시키는 핵심 요인인 것으로 나타났다. The aim of present study is to explore the impact of selfrationalization on sexual offenders with particular sexual preference. Specific goals of the study are to reveal the important characteristics of sexual offenders and compare major differences between the sex offenders with deviated sexual preference and sex offenders with normal sexual taste. Little have been investigated or known about the relationship between sexual preference and self-rationalization in the field of criminology. In this sense, this study will contribute to the suggestion of effective policy for sexual offenders' treatment considering the characteristics of sexual offenders with exhibitionism, stalking or pedophilia. Samples of this study include 534 predators who were incarcerated in prisons and 81 sex offenders who were referred to probation offices. This study uses the secondary data set that was downloaded from Korea Social Science Data Archive(KOSSDA). Original raw data sets were collected from official data and survey toward sexual offenders in 2007(No A-2007-0006). From the data sets, five sexual deviation variables are recomputed and recoded into one categorial variable in order to find differences between sexual offenders with deviated sexual taste and sexual offenders with normal sexual preference. Furthermore, the concept of self-rationalization is formed from three different sub-concepts (attitude toward traditional gender roles, cognitive mechanism toward violent sexual offense, distorted faith toward rape). By using SPSS package program, t-test statistic is conducted to compare mean differences between sexual offenders with distorted sexual preference and sex offenders with regular sexual taste in terms of their self-rationalization. In addition, logistic regression analysis is used to find relevant factors that can affect the likelihoods of being sexual offenders with problematic sexual preference. The result of this study shows that there is a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the sex offender group with particular sexual preferences and the group with non-sexual preference in terms of (1) total numbers of sex offenses, (2) cognitive structure toward violent sex offense, and (3) distorted faith toward rape. When logistic regression is conducted for explaining the factors of the sexual deviation, (1) age, (2) mental health, and (3) cognition toward violent sexual offense are statistically significant variables. More specifically, when other variables are controlled, one unit of age increase the odds of having sexually deviated behavior among sex offenders by 1.02 times(2%). When sex offenders have mental issue such as depression or anxiety, the likelihood of having sexual deviation increase by 1.96 times(96%) controlling other variables. In terms of self-rationalization scores, only cognitive mechanism toward sexual offense is statistically significant in the logistic model. This logistic regression model shows that one unit of sexual assault score decrease the odds of being sexual deviants by 0.89(0.11%) when other variables are controlled. In other words, as sexual offenders have less positive attitude toward sexual assault by one unit of sexual assault score, the chances of becoming offenders with deviant sexual preferences are decreased by 0.89(0.11%).

        • KCI등재

          영국 경찰의 소년 다이버전 정책에 관한 연구

          조윤오(Cho Youn Oh) 경찰대학 경찰학연구편집위원회 2012 경찰학연구 Vol.12 No.3

          This study aims at exploring diversion programs of police toward juvenile delinquents in United Kingdom. The juvenile justice system in UK adopted a diversionary model in order to reduce the numbers of youth criminals being processed by depending a less formal system. The diversion model allowed police to use a wide range of cautionary disciplining procedure which is called “wanning system.”The fundamental concept of diversion is that police have discretion of issuing their warning ticket when they investigate juvenile delinquents. The diversion decision by police has numerous conditions in terms of diverting youth offenders away from formal measures such as charging them and arranging youth detention center. Research in the UK has demonstrated that young offenders who were referred to formal criminal justice system are more likely to commit crime repeatedly within a short period of time than other young offenders. The diversion by police can prevent young offenders from committing crime as much as possible. However, there were many implementation issues and key points to consider in developing successful diversion programs by police. This study will highlight history and process of police diversion acknowledging recent change and innovative approached of diversion model in UK. Further policy implication regarding diversion programs for young offenders and warning system by police will be discussed.

        • KCI등재

          기회이론을 활용한 학교폭력 피해요인 분석

          조윤오(Cho, Youn-Oh) 한국피해자학회 2013 被害者學硏究 Vol.21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This study aims at investigating crucial factors that affect the odds of school violence victimization in South Korea. It is important that school administrators, teachers, and policy makers use opportunity theory in order to explore whether exposure and proximity to offenders or presence of guardianships affect the student’s risk of being victimized in school. In this context, the current study utilizes exposure and proximity related variables: presence of gang members in school, knife or lethal weapons in school, and experience of being skipped class and runaway. In addition, this study uses five guardianship-related variables: social support or networks from (①peers, ②teachers, and ③family members), ④the fairness of school policy, and ⑤ the perception about school safety. The study employs the data collected from 11 high schools in Seoul toward 1,024 high school students from May, 10, 2012 to May, 25, 2012. Logistic regression analysis was used to examine whether the likelihoods of school violence victimization were associated with the measures of exposure and proximity and the lack of guardianship. The result of the study showed that school grading, runaway, level of social support from teachers, and the perception of school fairness are statistically significant predictors that are associated with an enhanced risk of school violence victimization while controlling for other variables. Further policy implications of the study will be discussed.

        • KCI등재

          청소년의 사이버불링 피해 실태 및 피해 유발 요인 연구

          조윤오(Cho Youn oh) 한국공안행정학회 2013 한국공안행정학회보 Vol.22 No.4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최근 청소년들 사이에서 카카오톡이나 악성 댓글 등을 이용한 사이버불링(cyber-bullying)이 새로운 학교폭력 수법으로 등장하고 있다. 일반적으로 사이버불링이란 인터넷 이메일, 휴대전화 등의 새로운 전자장치를 이용해 모욕적인 사진이나 글을 피해자에게 보내 사이버공간 내에서 악의적으로 특정인을 괴롭히는 것을 말한다. 본 연구는 우리나라 초 중 고 학생 2,044명을 대상으로 2012년에 5월 29일부터 6월 15일까지 실시된 학교폭력 관련 설문조사를 중심으로 사이버불링 실태와 그와 관련된 요인들을 분석하는데 목적이 있다. 본 연구에서는 서울시내 초 중 고생 2,044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자료를 바탕으로 했다. 2012년 5월 29일부터 2012년 6월 15일까지 약 보름 동안 총 23개 학교를 대상으로 설문을 실시했고, 사이버불링 발생의 높은 왜도(skewness)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데이터 분석 단계에서 포아송 회귀분석(Poisson Regression Analysis)을 사용했다. 분석 결과, 전체 표본 청소년 중 사이버불링을 직접 경험했다고 응답한 수치는 80명(약 4%)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포아송 회귀분석에서 핵심 변수로 성별(남자)과 부모의 인터넷 통제력, 전통적 학교폭력 가담행위(피해 및 가해행위)가 사이버불링 피해 점수를 증가시키는 요인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를 통해 부모의 인터넷 통제 행위가 자녀의 사이버불링 피해를 감소시키는 일종의 보호능력으로 작용함을 확인할 수 있고, 오프라인 내에서의 학교폭력 가담행위가 가해자와 피해자 모두에게 온라인 공간이나 SNS 상에서 사이버불링 피해를 야기하는 것으로 볼 수 있다. 부모의 자녀에 대한 인터넷 통제력을 강화시키고, 오프라인 상의 전통적 학교폭력 가담행위자를 대상으로 한 올바른 사이버 활용법 교육이 절실하다고 하겠다. The purpose of the current study is to investigate risk factors that affect cyber bullying victimization. With the rapid propagation of smart phone in South Korea, there have been unprecedented risks for youth of cyber bullying victimization experience. The current study utilized a sample of 2,044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who were randomly selected by the aid of the Ministry of Education in Seoul, South Korea. The present study conducted survey from May, 29, 2012 to June, 15, 2012 toward 2,044 youths and the participants completed self report questionnaires during their class time. This study used Poisson Regression analysis with SPSS 19.0 statistical package program in order to find crucial factors that are associated with cyber bullying victimization. In particular, this study depended on the key independent factors which included gender, age, income, internet use, parental monitoring attitude, and traditional bullying involvement. The research findings demonstrated that approximately 4% of respondents reported having been involved in cyber bullying as victim during previous six months. In addition, the Poisson regression analysis revealed that students who had increased level of traditional school violence victimization were more likely to be a cyber bullying victim when other variables were controlled. Contrary to previous literature reviews, the use of internet, parental internet supervision, and school aggression were not statistically significant factors that are related to cyber bullying victimization. Further policy implication will be discussed.

        • KCI등재

          자살 폭탄 테러범의 특성 및 동기에 대한 심리학적 고찰

          조윤오 ( Youn Oh Cho ) 한국경찰학회 2013 한국경찰학회보 Vol.15 No.3

          최근 발생한 2013년 미국 보스턴 폭탄 테러로 세 명이 살해되었고, 백 명이 넘는 부상자가 발생했다. 9/11 테러 이후, 다시 폭탄 테러에 대한 두려움이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본 연구는 테러 사건 중에서도 폭발과 함께 자신의 목숨을 의도적으로 포기하는 “자살 폭탄 테러”행위에 초점을 두어, 테러리스트들의 동기 및 행동을 범죄심리학 관련 이론으로 설명해보는데 연구 목적이 있다. 자살 폭탄 테러범들이 보통 편집증 환자이거나 과도한 폭력성향, 우울증, 정신분열증, 혹은 사이코패스 등의 불안정한 정신 상태를 갖고 있다고 생각하기 쉬우나, 연구 결과 폭탄 자살 테러범 대다수가 일반인과 다름없는 합리적인 판단능력을 갖고 있는 정상인이며 특정 “테러리스트 성향(terrorist personality)” 등은 뚜렷이 확인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는 자살 폭탄 테러범에 대한 최근 연구 경향이 어떤지 살펴보고, 심리학적 이론을 활용하여 자살 폭탄 테러범들의 동기 및 심리에 대한 정확한 이해를 도모하려고 한다. 타인의 생명뿐만 아니라 자신의 목숨까지도 포기하는 자살 폭탄 테러행위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그 행동이 일어나는 기제와 원인을 이론적으로 보다 명확히 이해해야 할 필요가 있다.본 연구에서는 심리학적인 차원에서 자살 테러범들의 특징을 (1)정신병리학적 요인, (2)경제적 요인, (3)문화적 요인, (4) 합리적 선택, (5)정치적 탄압 다섯 가지로 구분하여 살펴 본다. 최근의 테러 연구 경향은 자살 테러범들의 다양한 범죄동기를 유형화하는 작업에 초점을 두고 있으나, 여기에서는 전반적인 관련 이론 및 선행연구를 소개하는데 초점을 두고, 최근 대두되고 있는 여성 자살 폭탄 테러문제를 언급하는데 목적을 둔다. 본 연구가 비록 자살 폭탄 테러범과 관련된 이론 및 특징, 최근 연구 경향들을 정리하여 소개하는데 그치고 있어 실질적인 자료 분석이나 심층면접 내용은 담고 있지 않아 아쉬운 면이 있으나, 범죄심리학적인 이론 고찰을 통해 향후 자살 폭탄 테러범들에 대한 프로파일링이나 테러행위 재범억제 프로그램 개발에 유익한 밑거름을 제공해 준다는 점에서 제한적이나마 그 의의가 있다고 하겠다. This study aims at examining the root causes of suicidal bombing by investigating the crucial studies and relevant theories that are associated with suicidal violence. In recent years, suicide bombers have become much more prevalent in the world including muslim and non-muslim countries. However, very little empirical research bad been made regarding the psychology of suicide bombers in terms of their motivation. Suicidal violence can be explained by the five levels of analysis: (1) psychopathology factors, (2) economic factors, (3) cultural factors, (4) rational choice, (5) political repercussion. By applying the views of Hafez (2006) and Kruglanski (2009), the current study emphasizes the fact that underlying motivation for suicidal terrorism should be understood by integrating various perspectives of profiling, rationalist approach, culturalist approach, and structural approach. This article makes conclusions that the motivations of suicidal bombers are not limited to a single cause in terms of theoretical backgrounds. It is necessary for researchers to conduct additional studies by conducting psychological autopsy and depths interviews toward relatives and friends of suicidal bombers in order to reconstructure their lives that were related to desire for revenge and religious inspiration. Moreover, it is important for researchers to consider the levels of situational factors and opportunity-related variables that may facilitate or hinder suicidal bombing. Further policy implications will be discussed.

        • KCI등재
        • KCI등재

          범죄자 교정프로그램의 효과성 분석 -재복역율을 중심으로

          조윤오 ( Youn Oh Cho ) 한국경찰학회 2012 한국경찰학회보 Vol.14 No.4

          본 연구는 우리나라 교정시설 출소자 30,224명의 데이터를 약 5년 동안 역추적하여 그들의 재복역률을 조사, 분석함으로써 교정프로그램의 효과성을 객관적으로 검증하는데 목적이 있다. 교도소를 ‘범죄학교’라고 부르며 시설구금 경험을 일방적으로 부정적인 것으로 보는 경향이 있으나, 실제 구체적으로 교정 활동이 어느 정도 재범발생에 영향을 미쳤는지, 그리고 어떤 교정프로그램이 재범 발생에 실증적인 영향을 미쳤는지에 대한 연구는 매우 부족하다. 본 연구에서는 보라미 시스템 자료를 SPSS 통계 프로그램에서 재코딩하는 절차를 거쳤고, 시설내 교정활동을 (1)교도작업(교도작업 유무, 작업 장려금), (2)직업훈련·교육(직업훈련, 교과교육 등), (3)종교·상담(세례 등, 교화위원, 상담),(4)의료서비스(의무관처방, 자비약품 구매), (5)외부접촉(귀휴,화상접견, 체험 및 견학, 가족의 날 또는 가족의 집, 우편 수신·발신)으로 구분하였다. 분석 결과, 출소 후 약 5년 이내의 재복역률은 전체의 43.5%(13,137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남성의 재복역률은 전체의 45.7%인 반면, 여성은 전체의 18.6%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재복역 횟수를 기준으로 한 다중회귀 분석 결과, 인구사회학적 특징(연령, 성별, 전과)과 범죄유형이 재복역증가에 영향을 미치는 유의미한 요인인 것으로 나타났다. 교정프로그램 차원에서는 작업 장려금, 자비약품 구매, 외부접촉(귀휴, 화상접견, 체험 및 견학, 가족만남의 날 또는 집,우편 수신·발신)이 유의미하게 재복역 감소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This study aims at evaluating correctional programs by using e-incarceration rates of five years follow-up data in South Korea. The re-incarceration rates of inmates has been a growing concern of correctional administrators and public media. Although the re-incarceration rates of total inmates in prison were above 52.1%, little is known about the effectiveness of individual correctional programs in terms of their recidivism rates. The analysis of the current study focused on the re-incarceration rates of 30,224 inmates who were released in 2005 by using approximate five-year follow-up data. Information on inmates who were released in 2005 was derived from data maintained by the Correctional Department in the Ministry of Justice. Information on people who were re-incarcerated from 2005 to 2011 was obtained from data files collected in BORAMI system of the Department of Correction. The result showed that almost 44% of released inmates were re-incarcerated, whereas about 46% of released inmates did not come back to prison in five years. Multi-regression analysis showed that age, gender, prior-criminal history, type of crime were statistically significant predictors that were related to the number of re-incarceration. In addition, grant from industrial prison program, medical service at one`s own service, and consultation program from outside were statistically significant factors that were associated with the number of re-incarceration when other factors were controlled. These findings have implications for better understanding of evidence-based correction and comprehensive program evaluation system for individualized offender rehabilitation and treatment in South Korea.

        • KCI등재

          사이버불링 피해가 청소년의 비행에 미치는 영향

          조윤오(Youn Oh Cho) 한국청소년학회 2013 청소년학연구 Vol.20 No.10

          본 연구는 우리나라 사이버불링의 실태를 조사하여, 사이버불링이 피해 청소년의 비행행동에 미치는 영향을 실증적으로 탐구하는데 목적이 있다. Agnew(1992)의 일반긴장이론(General Strain Theory: GST)에 따르면, 한 개인이 타인으로부터 학대나 부당한 대우를 지속적으로 받게 되면 심리적 불안, 긴장, 우울감 등의 부정적 감정이 생겨나게 되고, 그 불안과 좌절감을 없애기 위해 비행행위와 같은 부적응 행동을 보일 가능성이 크다. 이에 본 연구는 일반긴장이론(GST)을 틀로 하여 최근 새롭게 대두되고 있는 청소년 사이버불링(cyberbullying) 문제를 다루면서 실제 사이버불링 피해경험이 피해자의 비행 행동에 영향을 미치는지 살펴보고, 동시에 우울감이 두 변인 사이의 매개변수로 작용하는지 검토하는데 초점을 둔다. 본 연구는 사이버불링의 실태를 조사하기 위해 학교폭력을 크게 “(1)사이버불링, (2)전통적 불링, (3)사이버불링과 전통적 불링 함께 발생, (4)피해 없음”이라는 네 가지로 형태로 구분한다. 우울감을 매개변수로 놓고 사이버불링이 청소년의 비행행동에 미치는 영향을 살펴 보는데, 2단계 다중회귀분석과 Sobel test를 활용한다. 연구 자료는 2012년 5월 29일부터 약 보름 동안 서울시내 초·중·고생(2,044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 데이터를 바탕으로 한다. 분석 결과, 전체의 17.8%가 학교폭력 피해를 경험한 것으로 나타났고, 이 중 오프라인 상의 전통적 불링을 경험한 학생이 전체의 13.8%, 사이버 불링을 경험한 학생이 전체의 1.4%, 그리고 두 가지 불링을 모두 경험한 학생이 전체의 2.6%인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Sobel test 결과, 우울감이라는 요인이 사이버 불링 피해경험과 비행행동 사이에서 완전매개 효과를 가지는 보이는 나타났다. 즉, 본 연구를 통해 사이버 불링 피해경험이 청소년의 비행행동을 직접적으로 유발하는 것이 아니라 간접적으로 우울감을 유발 시켜 문제행동을 불러일으키는 것으로 볼 수 있다. 향후 사이버 불링 피해 청소년에 대한 심리적, 정서적 상담 치료 외에 장기적인 차원의 피해자 비행행동 방지 대책이 필요하고, 향후 피해자-가해자 전이 현상에 대한 체계적인 연구가 필요하다고 하겠다. This study aims at investigating the prevalence of cyber bullying and the impact of cyber bullying on the delinquent behaviors among cyber bullying victims. Cyber bullying has become a serious issues in South Korean since smart phone, internet, new electronic means, and social network services such as Kakaotalk was extensively used in South Korea. In this context, cyber bullying aggravates traditional school violence techniques in terms of power imbalance between bullies and victims, repeated threat, and psychological control. However, the negative effect of cyber bullying on problematic behaviors of victims has not fully tested. The experience of cyber bullying victim may be more detrimental and severe to victims compared to traditional bullying victim experience, due to the increased level of intrusiveness, circulation, and anonymity of cyber space. The current study conducted survey toward 2,044 students about 15 days in Seoul, Korea from May to June in 2012. The sample group consisted of 386 elementary school students, 633 middle school students, and 1,025 high school students. The data was statistically analyzed by SPSS package program 21.0. by utilizing ANOVA, multi-regression analysis, and Sobel test in order to find the impact of cyber bulling on the delinquent behavior of cyber bullying victims. In particular, the present study focused on detecting mediating effect of depression on the delinquent behaviors of victims. The result demonstrated that approximately 4% of participants had experienced cyber bullying victim. Furthermore, the second stage multi regression analysis showed that students who had experienced cyber bullying victim were more likely to commit delinquent behavior than youth who had not experienced bullying when depression variable functioned as mediating factor. Further policy implications will be discussed.

        • KCI등재

          청소년 사이버불링 유형화 연구: 상담가 의견을 중심으로

          조윤오 ( Cho Youn Oh ) 한국경찰학회 2017 한국경찰학회보 Vol.19 No.5

          스마트폰 보급률의 증가로 오프라인에서의 전통적 학교폭력보다 온라인 공간에서의 신종 사이버불링이 더욱 심각한 사회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인터넷 공간과 SNS 등의 전자매체를 활용한 간접적인 사이버 상의 괴롭힘 수법을 정확히 이해하고, 각 개별 유형에 적합한 개별화된 범죄 예방 대책이 시급한 상황이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최근 청소년들 사이에서 많이 나타나고 있는 카카오톡왕따(카따), 카카오톡 감옥(카톡감옥), 와이파이(WiFi) 셔틀 등의 새로운 사이버불링 실태를 조사하여 우리나라 상황에 적합한 청소년 사이버불링 유형화를 시도하는데 주안점을 둔다. 자료 수집을 위해 온라인에서 청소년을 상대로 학교폭력 피해상담 업무를 담당하는 실무자(열린 의사회 소속 상다미쌤 상담자)일곱 명을 상대로 2013년 8월에 면담을 실시하였다. 상담 전문가들이 기술한 55개의 청소년 사이버불링 사례를 바탕으로 온라인에서 이루어지는 10개의 행동 특징(ID도용, 사진변조, 루머유포, 익명성 등)을 기준으로 활용하여 각 개별 사례를 재코딩하는 과정을 거쳤다. 한국형 사이버불링 유형화를 위해 탐색적 요인분석(exploratory factor analysis)을 실시한 결과, 10개의 사이버불링 수법이 (1)익명성 콘텐츠 유포형, (2)집단적 모욕형, (3)루머 유포형, (4)지속적 재산 갈취형의 네 가지 형태로 구분되었다. 향후 이런 결과를 토대로 사이버불링 개별 유형에 적합한 세분화된 범죄 예방 및 피해자 지원 대책이 필요하다고 본다. 이하 본문에서 사이버불링 개념 정의 및 유형과 관련된 내용을 본문에서 상세히 다루도록 한다. The present study aims for exploring the categories of cyberbullying behaviors in South Korea. By utilizing factor analysis, the current study focuses on identifying crucial factors that can classify the various methods of cyberbullying. Cyberbullying by teenage boys and girls have recently dramatically increased while the traditional bullying such as robbery and assault in school boundaries have reduced according to the statistics of NIA in Korea. This study conducted in-depth interview with seven professional counselors who had experienced in helping and supporting offenders and victims of school violence through online to guarantee the confidentiality of youths. The seven interviewees revealed 55 cases of cyberbullying victimization documents which were written on the school violence prevention internet site which is called “Sangdami Sam” in Korea. Factor analysis was used for grouping similar criminal methods by relying on ten criteria of techniques of committing cyberbullying. The ten criteria were drawn from the previous relevant researches regarding the systematic measurement scales of cyberbullying behaviors. The result showed that there were four categories of cyberbulling such as (1) contents dissemination based on anonymity, (2) confederate insult, (3) sexual rumor spread, (4) habitual extortion. Further policy implication will be discussed.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