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펼치기
        • 등재정보
          펼치기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펼치기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地方化 時代의 地方言論의 役割에 관한 硏究

        정성호 대구보건대학 1995 대구보건대학 論文集 Vol.15 No.-

        사회 각 분야의 급속한 변화를 예고하는 민주화의 조류를 맞게 되었고 그러한 요구는 지방화 시대를 요청하게 되었다. 이러한 상황속에서 지방적 시대에 있어 지역발전에 긍정적 영향을 줄 수 있는 것이 지방언론이라고 보아진다. 그러나 한국언론의 구조적 특수성 때문에 지방언론의 낙후성이 나타날 수 밖에 없었다. 본 연구는 지방언론의 구조적 현상을 분석하는데 있어 지방 및 지방자치가 의미하는 것과 그 방향 및 지방자치제와 지방언론의 상호관계를 통해 지방언론의 역할과 활성화 방안을 검토하고자 했다. 지방자치제가 성공적으로 실행되고 위해서는 제방 사회여건 및 정치제도도 중요한 요인이겠지만, 정책 수반자가 합리적인 의사결정을 내릴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주는 언론이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다. 현 단계는 민주화 시대를 열어가는 역사적인 시기로 사회의 모든 분야에서 개혁이 요구되고 있다. 무릇 사회의 여론 수렴과 국가조직을 유기적으로 통합하는 제4부로서의 언론은 지방자치 시대에서도 지방언론으로서 환경감시 및 상관조정의 기능 등이 요구된다. 현재 지방언론을 보는 시각은 다소 부정적이다. 충분한 정보제공이 없고, 전문성이 낮고, 한정적 발행, 제한된 시설, 자립성 등의 문제로 인해 신뢰 또한 낮은 것이 현실이다. 그러므로 완전한 지방자치제를 바라보는 현 시점에서 지방언론은 반드시 독립적이며 지역적 특성이 고려된 방향으로 제편되어야 한다. 이러한 지방언론의 역할은 우선 지방민과의 응집력과 참여도를 높여 지방적 특수이익을 보호하고 종합적인 지역발전에 기여해야 한다는 것이다. 그리고 지역 여론의 형성을 위해 지방회의 토론의 장으로 활용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마지막으로 지방문화 보존 및 확산과 지방행정의 감시·비판자역할을 해야 한다는 것이다.

      • KCI등재

        일반논문 : 한국행정의 유교적 전통유산 2: 공자의 상하질서 강박

        정성호 고려대학교 정부학연구소 2015 정부학연구 Vol.21 No.2

        본 논문은 ‘퍼즐조각 맞추기식’ <<논어>>읽기를 통해 지금의 한국행정 속에서 작동하는 유교적 유산을 논의하는 두 번째 논문이다. 첫 논문(정성호, 2013)에서는 ‘공자의 벼슬욕망’을 읽고 이에 대한 현대적 작동을 살펴보았다면, 여기서는 <<논어>>에서 읽혀지는 공자의 신경증, 특히 그의 ‘상하질서 강박’을 살펴보고, 현재 한국행정에서 나타나는 ‘공자의 상하질서 강박’을 논의하였다. 첫 논문과 마찬가지로 여기에서도 한국행정에 있어서 유교적 전통은 분명하면서도 강력하게 유산되어지고 있으며, 그 내용은 유교적 가치관이나 제도와 같은 의식적 형태가 아니라, 욕망과 강박과 같은 무의식적 모습으로 내려오고 있음을 주장 한다. 분석의 이론적 기본 틀은 Jacques Lacan의 정신분석학이다.

      • KCI등재

        한국행정의 유교적 전통유산 II: 공자의 상하질서 강박

        정성호 고려대학교 정부학연구소 2015 정부학연구 Vol.21 No.2

        This is the second paper discussing the “Confucian” inheritance in modern South Korean public administration via “jigsaw puzzle” reading of the Analects of Confucius. The main argument is that the Confucian legacy is still deeply imbedded in the South Korean public administration and has been passed on in forms of unconscious structure, such as Confucian desires and neurosis rather than in conscious forms of values and institutions. This paper examined the neurotic obsession of Confucius concerning hierarchical ordering in the Analects of Confucius and its manifestations in current South Korean public administration. 본 논문은 ‘퍼즐조각 맞추기식’ <<논어>>읽기를 통해 지금의 한국행정 속에서 작동하는 유교적 유산을 논의하는 두 번째 논문이다. 첫 논문(정성호, 2013)에서는 ‘공자의 벼슬욕망’ 을 읽고 이에 대한 현대적 작동을 살펴보았다면, 여기서는 <<논어>>에서 읽혀지는 공자의신경증, 특히 그의 ‘상하질서 강박’을 살펴보고, 현재 한국행정에서 나타나는 ‘공자의 상하질서 강박’을 논의하였다. 첫 논문과 마찬가지로 여기에서도 한국행정에 있어서 유교적 전통은 분명하면서도 강력하게 유산되어지고 있으며, 그 내용은 유교적 가치관이나 제도와같은 의식적 형태가 아니라, 욕망과 강박과 같은 무의식적 모습으로 내려오고 있음을 주장한다. 분석의 이론적 기본 틀은 Jacques Lacan의 정신분석학이다.

      • KCI등재

        Machiavelli의「군주론」과 ego중심적 통치 : Ego중심적 "나"와 한국행정의 반성

        정성호 한국행정학회 2002 韓國行政學報 Vol.36 No.3

        본 논문은 Machiavelli의 「군주론」에 나타나는 ego중심적 통치사상을 비판적으로 정리하고, 한국이라는 근대적 사회 속에 살아가는 “강한” ego로서의 ‘나’와 행정을 반추하여, 새로운 모습, 즉 “강한” ego를 극복하는 모습을 찾는 사색을 시도하고자 한다. Machiavelli의 통치사상은 통치주체인 군주와 통치객체인 신하 및 민중을 분명히 나누는 데에서 시작한다. 통치주체가 될 수 있는 자의 자질은 강한 ego, 이성적 능력, 또 남성적 기질 등이다. 통치주체는 주객간의 단절, 비윤리적 통치기술, 무력 등에 의존하고, 분류와 상벌을 사용하여 결과중심적으로 국가를 운영하고 조직을 관리한다. 강한 ego가 지배하는 우리는 죽음이라는 사실을 부인하고 욕망의 추구를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일종의 정신쇠약적 모습을 보인다. 이때 조직과 행정은 바로 이 욕망추구의 약점을 잡고 인간을 각종 통제기제로 지배하는 심한 계층제적 구도를 갖는다. Ego를 극복한 나와 행정에서는 나와 타인간의 “관계”가 통제를 대신하고, “과정”과 “협동”이 결과와 경쟁의 가치를 대신한다. This is a critical analysis of Korean public administration, where ego-centric governance is emphasized in both practice and theory. Archetypical ideas of modern ego-centric governance are drawn from Niccolo Machiavelli's Prince. The psychoanalytic theories of Sigmund Freud, Carl G. Jung, and Jacques Lacan are used for concepts and functions of ego. Against the "strong" ego emphasis in public administration, the paper argues for endeavors to prevent public administration from being too ego-centric by abolishing hierarchy and its control devices in government. It also suggests that the ideas of process and collaboration ought to be substituted for those of results and competition.

      • KCI등재

        정유 침투처리를 한 목재의 물리적 성질

        정성호,전수경,박병수,정두진,Chong, Song-Ho,Chun, Su-Kyoung,Park, Byung-Su,Jung, Doo-Jin 한국가구학회 2005 한국가구학회지 Vol.16 No.2

        The specific gravity of wood treated with the essential oil penetration was higher than that of untreated wood. However, in case of oven-dried wood the difference of treated and untreated products decreased, compared with air-dried wood. The shrinkage of treated wood showed no consistent trend and the difference was trivial. In addition, similar trend was shown in each direction. Compression strength parallel to grain of treated wood was somewhat higher than that of untreated wood and the difference was trivial. The difference in static bending strength was slight and showed no consistent trend. The stage of check for Pinus koraiensis and Populus tomentiglandulosa and Alnus hirsuta was 2 stage and 3 stage, respectively. Deformation stage with no relation to the essential oil treatment was 1 stage for Pinus koraiensis, 2 stage Populus tomentiglandulosa and 3 stage for Ainus hirsuta, respectively, and there was no difference in essential oil penetration.

      • KCI등재

        개발도상국에서의 출산력 변천 추이와 결정요인

        정성호,Jeong, Seong-Ho 한국인구학회 2005 한국인구학 Vol.28 No.1

        본 연구는 개발도상국에서의 출산력 변천과 그 결정요인을 검토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구체적으로 본 연구는 출산력 감소의 속도와 인구변천 단계에서의 출산력 변화, 그리고 인구변천 후기에 출산력 수준에 영향을 주는 요인들에 초점을 맞추고자 한다. 이를 위해 본 연구는 우선 지난 40년간 개발도상국에서의 출산력 변화 추이를 검토하고자 한다. 그 다음으로 본 연구는 이러한 인구변천 과정을 사회경제적 변화에 관련시켜 분석하고자 한다. 분석 결과 사회경제 지표들과 영아사망률 및 출산력과의 관계는 대부분 예상했던 방향으로 나타나고 있으나, 그 관계의 통계적 유의성은 조사 시기에 따라 약간의 차이를 보이고 있다. 사회경제적 지표 중 문맹률은 조사 시기에 관계없이 모두 출산력과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관계를 보이고 있어, 교육수준이 높을수록 출산력이 낮아진다는 일반적인 견해를 뒷받침하고 있다. 그러나 도시화율과 소득이 각각 출산력에 미치는 영향은 시기에 따라 통계적인 유의성을 달리 하고 있다. 연구 모형에서 중요한 매개변인으로 설정된 영아사망률은 출산력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으며, 사회경제적 변인들이 영아사망률을 통하여 출산력에 미치는 간접적인 영향도 비교적 잘 드러나고 있다.

      • 레이저 빛 발생의 원리

        정성호 한국레이저가공학회 2017 Laser Solutions Vol.20 No.5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KCI등재

        개발동상국에서의 출산력 변천: 추이와 결정요인

        정성호 한국인구학회 2005 한국인구학 Vol.28 No.1

        본 연구는 개발도상국에서의 출산력 변천과 그 결정요인을 검토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구체적으로 본 연구는 출산력 감소의 속도와 인구변천 단계에서의 출산력 변화, 그리고 인구변천 후기에 출산력 수준에 영향을 주는 요인들에 초점을 맞추고자 한다. 이를 위해 본 연구는 우선 지난 40년간 개발도상국에서의 출산력 변화 추이를 검토하고자 한다. 그 다음으로 본 연구는 이러한 인구변천 과정을 사회경제적 변화에 관련시켜 분석하고자 한다. 분석 결과 사회경제 지표들과 영아사망률 및 출산력과의 관계는 대부분 예상했던 방향으로 나타나고 있으나, 그 관계의 통계적 유의성은 조사 시기에 따라 약간의 차이를 보이고 있다. 사회경제적 지표 중 문맹률은 조사 시기에 관계없이 모두 출산력과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관계를 보이고 있어, 교육수준이 높을수록 출산력이 낮아진다는 일반적인 견해를 뒷받침하고 있다. 그러나 도시화율과 소득이 각각 출산력에 미치는 영향은 시기에 따라 통계적인 유의성을 달리 하고 있다. 연구 모형에서 중요한 매개변인으로 설정된 영아사망률은 출산력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으며, 사회경제적 변인들이 영아사망률을 통하여 출산력에 미치는 간접적인 영향도 비교적 잘 드러나고 있다.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