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학위유형
        • 주제분류
          펼치기
        • 수여기관
          펼치기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지도교수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올레핀 복분해를 통한 ProDOT 유도체의 합성

        이현영 전북대학교 교육대학원 2009 국내석사

        RANK : 247647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develop new synthetic methodology to synthesize the monomers for conducting polymers having various functional groups. The procedures known for monomers mainly rely on individual synthetic route for each monomer. The idea of the study lies on that the intermediate is first synthesized and then a variety of monomers can be efficiently derived from the intermediate via a simple synthetic method. In this study, both MProDOT and PRoDOT-allyl was synthesized as the intermediates. Olefin cross-metathesis of MProDOT and various terminal alkenes afforded MProDOT derivatives equipped with various functional groups and the subsequent hydrogenation upon them gave various alkyl substituted ProDOT derivatives. In addition, olefin cross-metathesis of ProDOT-allyl and terminal alkenes also yielded various alkyl substituted ProDOT-allyl derivatives. The procedure was also extended over the alkenes with functional groups such as halides, nitrile, and others. In conclusion, olefin cross-metathesis of MProDOT and ProDOT-allyl with various alkenes provided an efficient route for ProDOT derived monomers in moderate to good yields.

      • 진즈 패션 스타일링 연구 : 2000년 이후 여성복을 중심으로

        이현영 창원대학교 2010 국내박사

        RANK : 247631

        21세기는 진정한 자아를 드러내기 위해 ‘기능’은 ‘외양’과 ‘느낌’에 종속되어야 하는 시대로 개인의 외모든 기업의 제품이든, 주변의 환경이든 모든 것이 ‘외양과 느낌’을 통해 소통하고 선택되는 시대이다. 패션은 창작자의 예술의지를 표현하는 하나의 예술대상으로 이를 통해 인간은 감정과 사상을 담아내고 있으며 당시 사회와 문화를 반영하고 후대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 그러므로 패션은 정치, 경제, 문화 등 환경적인 요인의 영향을 가장 많이 받는 중요한 분야이며 끊임없이 새로운 시도와 변모를 거듭하며 발전해왔다. 특히 진즈 패션은 현대 패션과 관련된 사회, 문화적 현상의 상징물로서 중요한 의미를 가지고 있다. 자유와 평등을 대표하는 자연스러운 패션미의 상징이 되기도 하였고, 때로는 관능적인 스타일이 되기도 하였다. 또한 모든 사람들이 부담 없이 착용하는 필수 패션인 동시에 자신만의 개성을 표현하는 독창성을 대변하는 패션이기도 하다. 스트리트 패션에서 고감도 하이패션에 이르기까지 수많은 이미지를 창조하였고 오랜 시간 동안 대중에게 가장 많이 사랑을 받은 패션이다. 본 연구에서는 선행연구 분석을 통해 패션 스타일링(styling)의 의미 및 요소, 중요성에 대해 정의하고, 진즈 패션의 미적 특성을 분석하였다. 그리고 2000년 이후 진즈 패션의 트렌드를 분석하고 2000년부터 2010년 까지의 패션 컬렉션에 나타난 진즈 패션의 패션 스타일링 특성을 파악하는 실증적 연구를 수행하였다. 이러한 진즈 패션에 대한 이론적 연구와 실증적 탐구를 바탕으로 진즈 패션의 스타일링 유형을 4가지로 도출하였고, 각 스타일별 진즈 패션 스타일링을 기획․연출하는데 연구의 목적이 있다. 진즈 패션의 이미지별 스타일링 기획은 최근 트렌드에 부합하는 메인테마, 서브테마, 타켓 등을 설정한 후, 총 4가지 스타일을 2011S/S, 2010/11 F/W의 트렌드를 고려하여 이미지맵을 작성하고 각각의 스타일에 맞는 아이템, 액세서리, 헤어와 메이크업을 선정하여 이미지별로 스타일링 제시하였다. 연구 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스타일은 ‘마음의 추구’와 ‘마음의 습관’, 그리고 ‘나만의 것’이라는 소유의 의미를 함축한다. 누구의 삶을 알고 싶은가에 더해, 그 누구의 삶에서 나는 어떤 측면에 더 관심을 기울이는가 역시 스타일과 연관된다. 이는 어떤 스타일의 삶을 추구할 것인가를 결정하는 지표가 된다. 그러므로 패션 스타일링은 미적인 측면 뿐 만 아니라 상징적인 측면도 포함한다. 패션 스타일링을 위한 기본 방향을 결정하기 위해서는 여러 가지 요소들이 논의되어야 한다. 패션 스타일링의 구성요소는 의복의 아이템, 액세서리, 색상, 소재, 문양, 헤어와 메이크업, 패션 트렌드, 스타일링 컨셉, 라이프스타일, 어케이젼의 요소가 잘 조화되어 구성되어야 하며 표현하고자 하는 스타일에 적합하도록 적절히 배치하고 조절하여 완성되는 것이다. 이러한 패션 스타일링의 요소들이 조화를 이루어 특정한 스타일을 형성되는 것이다. 이러한 의미에서 패션 스타일링은 단순한 표면적인 아름다움만을 묘사하는 것이 아니라 스타일의 형성을 통해 마음 깊숙이에 있는 내면의 미 까지 외형으로 표현되는 것이다. 둘째, 문헌연구를 통해 분석한 진즈 패션의 미적특성은 관능성, 페미니즘적 양성성, 해체성, 다문화성, 개성적 과시성으로 요약될 수 있었다. 분류된 미적 특성을 기준으로 2000년 이후 컬렉션에 표현된 진즈 패션을 분류하고, 이를 패션 스타일링 요소로 분석하여 에스닉 아방가르드 스타일링, 로맨틱 엘레강스 스타일링, 모던 스포티 스타일링, 미니멀 섹시 스타일링으로 분류 및 분석하였다. 셋째, 2000년 이후의 진즈 패션 분석결과 트렌드 리딩 아이템화, 럭셔리 프리미엄 아이템화, 친환경․첨단 기술집약화로 나눌 수 있었다. 2000년 이후 소비자 의식변화, 라이프스타일 변화로 진즈의 명품화, 디자인 차별화, 소재의 다양화 등으로 진즈 패션만이 가질 수 있는 개성표현을 더욱 가능하게 하였으며, 지속적으로 인기 아이템으로 각광받고 있다. 또한 자연과의 조화를 이루며 다기능, 다목적 활용되는 지속가능한 아이템으로도 발전해가고 있었다. 이와 같은 이론적 연구에서 도출된 진즈 패션의 스타일을 토대로 메인 테마를 선정한 후 총 4가지의 서브 주제를 컨셉으로 스타일링을 각 서브 주제별로 시즌 및 어케이전, 타겟에 따라 진즈 의상과 헤어․메이크업 등이 포함된 스타일링을 직접 기획하고 연출하였다. 메인 테마는 ‘ Everyday Everybody ’로 자신의 아이덴티티 안에서 어떤 요소라도 포용하고 받아들일 수 있는 자신감을 가지게 되면서 기존의 관습이나 규칙, 기준들에서 자유로워지는 의미를 담았다. 남성과 여성, 자연과 인공, 업 마켓과 다운 마켓, 정장과 캐주얼 등 어느 한 쪽이 더 중요한 존재가 아니라 그 각각의 정체성이 그 자체로서 중요하다는 의미를 표현하였다. 스타일링 테마는 Impressive Plot, Free & Easy Sensibility, Timeless City, Unique Esprit의 4가지이다. 스타일링 테마 Ⅰ의 ‘ Impressive Plot ’은 페미니즘적 양성성, 해체성, 개성적 과시성의 미적특성을 근간으로 진즈 패션의 새로운 느낌, 새로운 가치를 찾고자 하는 테마이다. 채워지지 않는 욕구를 이색적인 복합코드로 연결하고 서로 섞이고 뒤엉켜 새로움이 창조되는 도발적 스타일을 표현하고자 하였다. 스타일링 테마 Ⅱ의 ‘ Free & Easy Sensibility ’는 관능성, 개성적 과시성의 미적 특성과 로맨틱 엘레강스 스타일로 미래의 기쁨과 환희에 대한 동경과 즐거움을 사랑스러운 로맨틱 이미지로 표현하였다. 젊은층의 여성들이나 에이지리스 타겟을 대상으로 페일 톤의 핑크계열 색상을 주조로 사랑스러운 느낌으로 스타일링 하였다. 스타일링 테마 Ⅲ의 ‘ Timeless City ’는 관능성의 미적 특성에 모던 스포티 스타일로 스타일링 하였다. 기존 데님 소재의 거친 질감과 투박함에서 벗어나 모던하고 도시적인 감성을 주요 테마로 깊고 진한 푸른빛의 매력을 표현하며 짙은 인디고 색상은 모던하고 심플한 디자인에 어우러지는 세련된 스타일로 표현하였다. 스타일링 테마 Ⅳ의 ‘ Unique Esprit ’은 다문화성 미적특성에 에스닉 아방가르드 스타일로 다양한 문화, 이질적 소재 등의 이색적인 경향을 인정하며 상호언급과 병행인용을 통해 패션의 경계를 허물고 일원화, 획일화를 거부하는 테마이다. 고정관념의 해체, 서로 다른 본질과 인정과 경계를 해체하기 위한 소재의 혼용 등으로 모호한 구분과 규범의 해체로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하고자 하였다. 이상과 같은 본 연구의 결과를 통해 스타일링이란 패션 트렌드, 스타일링 컨셉, 라이프 스타일, 어케이젼, 의복의 아이템, 소재, 문양, 색상, 액세서리, 헤어와 메이크업의 요소가 종합되어 연출되는 것임을 실증적으로 이해할 수 있었다. 또한 패션 스타일링의 각 요소들의 상호연관성을 통해 자신의 개성을 표현하게 되며 사회적 요인에 따른 트렌드, 개인적 요인으로의 라이프스타일, 어케이젼에 의해 패션 스타일링이 완성되는 것임을 알 수 있었다. 본 연구의 결과를 통해 단순히 ‘ 옷을 입는다 ’ 는 1차원적 차원에서 벗어나 의도에 따라 ‘연출하여 스타일을 만든다’ 는 개념이 진정한 의미의 패션 스타일링이며 21세기적 발상으로 패션 분야에서 중요한 입지를 가지게 됨을 인정할 수 있었다. 또한 그 동안 체계화 되어 있지 못하고 단순한 코디네이션으로 인식되어온 패션 스타일링의 총체적 관계를 정립하는 계기를 마련하고 앞으로 다양한 접근에 따른 패션 스타일링 연구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 공동주택 주방가구 선호경향에 관한 연구

        이현영 홍익대학교 건축도시대학원 2008 국내석사

        RANK : 247631

        현재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주거 양식으로 정착된 아파트는 양적 성장은 물론 주거 문화의 발전에도 적지 않은 기여를 해왔다. 그러나 공공성과 집합성이 우선이어야 하는 건축 계획상의 한계점과 절대적으로 수요대비 부족한 공급 문제를 해결하고자 양적 측면에 치우쳐 급속히 추진되고 보급됨으로써, 주거 형태의 획일화라는 문제를 초래하고 있다. 이와 같이 아파트라는 공동 주거의 특성상 타 주거 공간에 비례해 외부의 환경이 획일적일 수 밖에 없기에 외관 및 외부공간 보다는 내부 공간이 더욱 중요한 의미를 가지게 되었다. 그러나 내부 공간 역시 동일한 평면 배치로 인해 각 단위세대별 차별성을 부여하기 어렵기 때문에, 거주자의 욕구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동일한 패턴과 획일성으로부터 단조로움을 보완하고 개성을 표현하기 위한 여러 가지의 인테리어적 방법들이 강구되어오고 있다. 그 중에서도 주방가구는 거주자의 생활에 직접적으로 영향을 미칠 뿐만 아니라, 촉각적 시각적, 기능적 역할을 통해서 거주자들에게 다양한 정서적 경험을 제공함과 동시에 실내 인테리어의 결정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따라서, 거주자의 생활과 주거공간 디자인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는 주방가구에 대한 선호경향에 대해 분석해 보는 것은, 전체 주택 Trend를 가늠하게 하는 척도로써 의미가 있을 것이다. 위와 같은 배경 하에 본 연구는 아파트 모델하우스의 실내마감재 사용경향을 파악하고, 아파트 모델하우스에 방문한 소비자들에 주방가구 사용실태를 조사하여, 소비자 중심의 주방가구 플랜을 제안해보고자 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이러한 연구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2007년 1월~11월에 개관한 12개 건설사 13개 모델하우스의 43개 단위세대를 대상으로 조사하였다. 소비자 조사는 2007년 9월~11월에 상기 모델하우스에 방문한 고객을 대상으로 500부의 설문지를 배포하여 회수된 304부를 분석하여 사용하였으며, 특히 서울지역에 거주하는 고객 1개 그룹을(5명) 대상으로 F.G.I. (Focus Group Interview)를 실시하여, 주방가구에 대한 보다 정성적인 부분에 대한 소비자 태도를 유추해 낼 수 있었다. 이러한 분석 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수납의 요구 극대화 이다. 핵가족화로 가족수가 줄어들고, 이에 따른 사용 그릇수가 최소화 되어 감에도, 소비자 만족도 조사 시 수납공간에 대한 만족도가 전체적으로 가장 낮게 나타났다. 소비자의 니즈는 점점 더 다각화 되고, 세밀화 되어 가고 있다. 자주 사용하지 않는 물품 들까지 수용 가능한 충분한 수납공간과, 필수가 되어버린 각 빌트인 제품의 선호도, 아일랜드 주방, 별도의 식기 거치대, 웨건형 밥통 장 또한 세탁, 가사, 조리 등의 할 수 있는 별도의 주방공간까지, 수납의 극대화를 이루기 위한 소비자의 요구는 더욱더 극대화 되어 가고 있다. 둘째, 간결한 디자인이다. 국내 아파트의 거의 모든 조사 내용에서, 인위적인 장식요소를 첨가한 디자인 보다는 재료 자체가 가진 간결한 디자인이 주로 사용되었다. 재료 사용의 측면에서는 이전에 비해서 유리재, 반 투명재 스틸/알미늄 등의 사용이 증가하였으며, 대체로 간결하고 단순한, 무늬의 질감을 그대로 살린 디자인을 시도하는 것이 특징 이었다. 이는 전통 주택에서부터 내려오는 자연미를 중시하는 한국인의 조형 의식과 전 세계적으로 광범위하게 사용되고, 현재에 이르기까지 상당기간 동안 영향을 미치고 있는 모더니즘, 미니멀리즘, 최근 들어 한동안 유행했던 젠 스타일 등 여러 경향이 함께 반영된 것으로 볼 수 있다. 셋째, 기능성 주방이다. 다양한 FLAP 상부장, 다양한 하드웨어를 통한 수납 시스템의 개발, 벽을 이용한 수납 시스템 인출식 테이블 등의 부엌가구 자체의 시스템을 통한 기능성을 부여한 주방뿐만이 아니라, 각종 홈 네트워크의 근간을 통한 기능성 주방의 실현이 눈앞에 다가와 있다. 가사일을 유연하게 처리하기 위해 기계가 인간뿐만 아니라 다른 기구들과도 의사소통 할 수 있도록 하는 기술이 관련업체들의 연구와 기술 발전으로 일상생활로 한 발짝 더 다가온 것이다. 주방은 단순히 요리하고 식사를 하는 공간이 아니라, 열린 공간으로서 주거 생활의 중심이 되는 중요하고 가치 있는 복합 공간이다. 앞으로의 주방이 가지고 있는 기능의 역할은 현재보다 더욱 증대 될 것이다. 이러한 변화는 현재에도 주방과 관련되어 빠르게 발전해 나가는 것을 앞에서도 확인한 많은 기술적인 현상들로 미루어 짐작할 수 있다. 앞으로 주방이라는 공간은 그것이 본래 가지고 있던, 기능적 역할(요리, 식사준비 등)보다 더욱 증대 될 것이다. 지난 몇 세기 동안 발전해온 과학기술의 진보에 비해, 주방공간은 상대적으로 진보의 영향을 받지 못했던 공간이었다. 하지만 최근 들어 유비쿼터스(Ubiquitous) 기술과 접목하여 주방공간을 획기적으로 변화시키려는 연구가 진행되고 있다 미국 MIT 공대 미디어 랩(Media Lab)에는 ‘방첩활동(Counter intelligence)’이란 이름의 연구부서에서는 아파트 부엌 모양의 이 연구실에서는 첨단 기술을 이용해 부엌의 크고 작은 모든 기기와 사물을 지능형 설비로 만드는 연구 작업이 한창이다. 궁극적으로, 미래의 부엌(Kitchen of the future)을 건설하는 것이다. 이러한 연구와 변화는 단순히 과학기술에 진보에 의한 혜택을 의미하는 것만은 아니다. 주방이라는 공간이 주택건축에서 가장 중심이 되었지만, 그 동안 인정 받지 못하던 가치를 정당하게 평가 받기 시작하게 된 것이다. 이제 공간의 중심을 넘어서 가족 생활과 가족문화의 중심이 되고 있는 주방공간은 과거 100년 동안 발전해온 속도보다 향후 10년 동안 그 속도의 몇 배의 변화와 혁신이 이루어 질 것이다. Nowadays, apartment houses representing a residence style in KOREA have contributed to the growth in large quantities and the development of residence cultures. However, because of a limitation of architectural plans progressed under the name of the public and a shortsighted policy to solve the shortage of houses, the unoriginality of residence forms has occurred. Comparing to other dwelling facilities, Apartment houses’ inner spaces contain more important means than outer spaces. However, because it is also hard to grant originality to each unit with same arrangement plans, various interior ideas for meeting customers’ demands are made to express unique characters and to make up monotony resulted from successive identical patterns. Of all factors affecting to enhance quality of inner spaces, kitchen furniture makes an important role by offering various emotional experiences with visual, sensible, functional roles. So, analyzing the preference degree for kitchen furniture affecting to users’ life and space designs enables to catch recent housing trends. Based on the background mentioned above, this study is for suggesting kitchen furniture by grasping a recent tendency of inner finish materials used in apartment model houses and interests of customers visiting there. For this study, 43 types of residence unit in 13 model houses of 12 construction companies were researched between January and November in 2007. And through the surveys which were analyzed First, Increase in demand for arrangement spaces. Because of a nuclear family phenomenon in our society, the number of people in one family is decreased. However, a customer survey researched in recent days shows that the index of satisfaction in space is quietly low. The demand of customers for diverse spaces keeps growing and complicating more and more rather than past customers. In fact, enough spaces for storing much stuff, built-in furniture, and various kitchen items such as island tables, additional dishes installers are needed to meet customers’ requests. Second, Simple designs. On the research, simple designs were preferred rather than artificial decorations. In the respect of materials, the use of glass and half transparent steel is increased. Moreover, recently, most designers focus on express the nature of materials such as annual rings of trees. This trend effects on modern design styles. Third, Multi functional roles of the kitchen space. By using various technologies, my furniture is invented such as a FLAP shelf and a special wall including storages. Comparing past kitchen spaces, modern kitchen space is a multifunctional space, and a center of residing life as an open space. In the future, the role of a kitchen will be more reinforced than today with the development of technologies. To sum up, future kitchen’s functional roles will be enlarged more and more for receiving diverse users’ demands. The development of technologies didn’t give light on kitchen spaces during past centuries. However, Spread of a trend called ‘Ubiquitous’ and studies for changing directly our kitchen spaces stimulate on the evolution of a kitchen. For example, the department called ‘Counter Intelligence’ in the lab of MIT has kept studying for intelligence equipment of a kitchen and various types of kitchen spaces for taking a variety of activities by applying recent technologies. Their goal is to make a kitchen of the future. Of course, this doesn’t only mean the benefit of science technologies, but also the start point of innovation from residing life cultures.

      • 무용수의 전공과 인구사회학적 특성에 따른 직무스트레스와 직무만족에 관한 연구

        이현영 전남대학교 대학원 2005 국내석사

        RANK : 247631

        본 연구는 직업적 안정성과 예술적 가치추구 차원에서 직업무용수로서의 제반활동에 느끼는 무용수의 직무스트레스와 직무만족 정도를 전공별로 분석함으로서 우리나라 무용수의 무용예술 활동에 대한 상대적 환경을 이해하고 문제를 발견하며 이를 개선할 수 있는 근거를 확보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본 연구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하여 무용수 231명을 대상으로 직무스트레스와 직무만족에 대해 설문조사하였으며, 자료를 분석한 결과 다음과 같은 결과를 얻었다. 첫째, 무용수의 무용전공별로 직무스트레스를 비교 분석한 결과 관중호응, 급여, 연습장 시설환경, 역할모호, 집단갈등 요인에서 유의한 차이가 있었다. 둘째, 무용수의 무용전공별로 직무만족을 비교 분석한 결과 상사관계 요인에서 유의한 차이가 있었다. 셋째, 무용수의 무용전공별로 직무스트레스에 따른 직무만족을 비교 분석한 결과 무용전공별 직무만족은 유의한 차를 보이고 있으며, 직무스트레스별 직무만족도도 유의한 차이가 나타났고, 무용전공별과 직무스트레스간의 2요인 상호작용에서 유의한 차이가 있었다. 넷째, 무용수의 인구사회학적인 특성에 따른 직무스트레스를 비교분석한 결과 학력수준별에서 역할모호 요인, 수입별에서 역할모호 요인에서 유의한 차이가 있다. 다섯째, 무용수의 인구사회학적인 특성에 따른 직무만족을 비교 분석한 결과 연령별에서 직무자체 요인, 학력수준별에서 직무자체·인정 요인, 수입별에서 직무자체·급여만족·동료관계 요인에서 유의한 차이가 있었다. 결론적으로, 무용수의 무용전공별에 따라 직무스트레스와 직무만족은 차이가 있었으며, 또한 인구사회학적인 특성에 따른 직무스트레스와 직무만족에도 차이가 있음을 알 수 있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compare the job stress and job satisfaction as a function of dancer's major. The subjects of this study were the 231 dancer. The conclusions of this study were as follows. First, there is a significant difference in the audience's response, pay, the circumstance of training field, role obscurity, group conflict factors of job stress according to dancer's major. Second, there is a significant difference in the relation of one's superior factors of job satisfaction according to dancer's major. Third, there is a significant difference in the job satisfaction according to the job stress of dancer's major. Fourth, there is a significant difference in the job stress according to the demographical characteristics of dancer. Fifth, there is a significant difference in the job satisfaction according to the demographical characteristics of dancer.

      • 영국 르네상스 복수극과 시적 정의의 문제

        이현영 강릉원주대학교 2017 국내박사

        RANK : 247631

        This paper examines the implementation of poetic justice and its questions in English Renaissance Revenge Tragedies. Plays during the English Renaissance period explored the secular life of human beings and highlighted the hard lives of the people who were influenced by the political, economic and religious confusion. Especially, revenge tragedies emerged as a representative genre accusing the crises of the times. The critical position of the time was that the current state had failed to implement justice and had had a negative influence on individuals’ lives. Playwrights believed that social justice must be realized through good triumphing over evil and causal punishments, and made efforts to implement poetic justice in their works. Playwrights expressed anxiety and fears about the future preceeding Queen Elizabeth’s death in the Elizabethan revenge plays, such as The Spanish Tragedy and Hamlet. They revealed that the state had fallen into a lawless society and the political and moral order had been overthrown, and composed that the revengers embodied social justice in this confusing contemporary society through determined destiny and divine providence. In the absence of both divine and legal justice, when the state fails to realize justice for the people, the people expect a new social system and a new order even by breaking away from the royal family, such as the fate of Spain in The Spanish Tragedy, or by building a new monarchy in Hamlet. Playwrights focused on the plot of accusing a corrupt society rather than the plot for the revenger’s revenge in the Jacobian revenge plays, such as Revenger’s Tragedy and The White Devil. They also hinted that the realization of social justice is skeptical through the social aspect and the negative influences on the lives of the people, caused by the absurdity and corruption of the state. Nonetheless, Jacobian playwrights concluded the end of their works with causal punishments and offered an alternative for a world in which justice is realized. In Revenger’s Tragedy, the struggling efforts of the subjugated classes to accuse the disorderly and absurd social aspect meant a step forward for the restoration of order and the realization of justice in the future. In The White Devil, the imposing woman Vittoria and the intellectual Flamineo are characters existing in a sexual, class, and economically low position, but exposed as a society-centered class to establish a new order. In the English Renaissance tragedies, playwrights realized poetic justice by revealing evils or secrets hidden by the revengers and by inflicting causal punishment. In addition, they finished their works with an ‘open ending,’ left questions about poetic justice due to the still chaotic social situation. However, they suggested another possibility of poetic justice to the audience, and realized it in a wider meaning than the still remaining questions. Playwrights tried to present alternatives for the audience/people, as a solution to the turmoil and corruption of the time, rather than expect divine justice or legal justice from the ruling class. 본 논문은 영국 르네상스 복수극에 나타난 시적 정의의 구현과 그 의문점에 대해 고찰하고자 한다. 영국 르네상스시대 연극은 인간의 세속적인 삶을 탐구하고 정치적, 경제적, 종교적 혼란으로 야기된 당시의 사회상과 국민들의 고달픈 삶을 표면으로 드러내었다. 특히 당시의 시대상과 위기를 고발하는 대표적인 장르로 복수극이 부상하였고, 그 내용은 현 국가가 정의구현에 실패하고 있으며 그러한 국가가 개인의 삶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에 관한 비판적인 것들이었다. 극작가들은 복수극을 통해 권선징악과 인과응보에 따라 사회정의가 실현되어야 한다고 믿고, 작품에서 시적 정의를 구현하기 위해 부단한 노력을 한다. 엘리자베스시대의 대표 복수극인 『스페인 사람의 비극』과 『햄릿』에서 극작가들은 엘리자베스 여왕의 죽음을 앞두고 다가올 미래에 대한 불안감과 두려움을 드러낸다. 극작가들은 국가가 무법 사회로 전락하고, 정치적, 도덕적 질서가 전복되었음을 폭로하며, 복수자들이 이러한 혼란스러운 현 사회에서 정해진 운명과 신의 섭리에 의해 시적 정의를 실현할 수 있도록 구성한다. 신적, 법적 정의가 부재한 당대에 국가가 국민들을 위한 정의구현에 실패할 경우, 대중들은 『스페인 사람의 비극』에서 스페인의 운명처럼 왕가의 대를 끊고, 『햄릿』에서 새로운 군주를 세우는 것처럼 새로운 사회체제와 질서를 기대하고 바라게 된다. 자코비언시대의 대표 복수극인 『복수자의 비극』과 『하얀 악마』에서 극작가들은 복수자의 복수 플롯보다 부패한 사회상을 고발하는 플롯에 집중하여, 국가의 부조리와 부패로 야기되는 사회 정황과 국민들의 삶에 끼치는 부정적인 영향을 통해 사회정의 실현이 회의적임을 드러낸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극작가들은 작품의 결말을 인과응보적인 처벌로 마무리하며 정의가 구현되는 세상을 위한 대안을 제시한다. 『복수자의 비극』에서 무질서하고 부조리한 사회상을 고발하는 피지배계층의 처절한 노력은 미래의 진정한 질서 회복과 정의실현을 위한 한 단계 전진을 의미한다. 『하얀 악마』에서 당당한 여성 비토리아와 지식층 플라미네오는 성적, 계급적, 혹은 경제적으로 낮은 위치에 있는 인물이지만 새로운 질서를 세울 사회중심 계층으로 노출된다. 영국 르네상스시대의 복수극에서 극작가들은 복수자로 인해 숨겨진 악행이나 비밀을 공개하고 악인들이 인과응보적인 처벌을 받게 하여 시적 정의를 실현한다. 또한 이들은 작품을 ‘열린 결말’로 마무리하면서 여전히 남아있는 무질서한 사회상을 제공하고 시적 정의 구현에 대한 의문을 남긴다. 하지만 이들은 여전히 남아있는 의문점보다 관객들에게 또 다른 정의구현의 가능성을 제시하며 넒은 의미의 시적 정의를 이룬다. 결국 이러한 복수극들은 극작가들이 당대의 혼란과 부패의 해결책을 신적 정의나 지배계층의 법의 정의에 기대하기보다 관객들/국민들과 그 대안을 찾고자 했던 노력의 표현인 것이다.

      • 한국과 미국 초등학교 저학년 교과서의 장애관련내용 비교분석

        이현영 경인교육대학교 교육전문대학원 2018 국내석사

        RANK : 247631

        본 연구는 한국과 미국교과서에 제시된 장애관련 내용을 비교 분석하였다. 본 연구는 한국의 2015 개정 교육과정 초등학교 1, 2학년 국어와 통합교과서 20권, 그리고 미국 맥그로힐(McGrawHill) 출판사 및 휴튼 미플린 하코트(Houghton Mifflin Harcourt) 출판사의 저학년용 읽기(Reading, Language Art Program)와 사회교과서(Social Studies) 20권을 대상으로 선정하여 두 나라의 교과서를 대상으로 장애관련 내용을 추출하고 기초정보를 분석하였으며, 김수연·이대식(2012)의 장애인관 분석 4차원 틀을 기반으로 내포된 장애인관을 살펴보았다. 연구결과 첫째, 한국교과서에 나타난 장애관련 내용은 전체 쪽수의 0.39%로 미국교과서 2.38%에 비해 삽입률이 매우 낮았다. 또한 한국교과서의 장애관련 내용은 주로 삽화 위주의 자료로 사진 및 텍스트 자료의 양이 거의 없었다. 둘째, 미국교과서에서는 장애유형이 청각장애, 지체장애, 시각장애, 건강장애 등 다양하게 제시되는 반면, 한국교과서는 지체장애인만이 주로 묘사되고 있는 실정으로, 학교에서 증가하고 있는 정서·행동장애, 자폐성 장애, 학습장애, 건강장애에 대한 내용은 찾아보기 힘들었다. 셋째, 한국교과서에서 드러난 장애인관은 제시된 장애관련 내용 중 81.82%가 차원Ⅳ의 사회적-자주적 관점을 가지고 있어서 예전에 비하여 긍정적인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다고 할 수 있다. 그러나 제시 비율면에 있어서 미국교과서는 97.67%에 달하여 거의 대부분의 내용이 차원Ⅳ에 해당됨을 알 수 있었다. 성공적인 통합교육을 위해서 교과서에 장애관련 내용이 적합하게 제시될 수 있도록 개발되어야겠다.

      • Jacob Collier의 화성진행을 통한 Negative Harmony의 연구

        이현영 국민대학교 종합예술대학원 실용음악전공 2018 국내석사

        RANK : 247631

        대중음악은 끊임없이 발전하고 있다. 더 이상 쉬운 노래만이 듣기 좋은 노래라고 하는 시대는 지나갔으며, 작/편 곡가들은 언제나 새로운 창작 물을 내놓기 위해 부단히 공부하며 노력하고 있다. 본 논문에서는 Jacob Collier라는 아티스트를 통하여 이제 막 세상에 알려지기 시작한 Negative Harmony라는 이론을 발굴해내고 그것을 널리 알리는 것에 목적이 있다. 아직 국내외를 통틀어 Negative Harmony를 다루고 있는 서적이 없고, 지금까지 선행연구된 사례 또한 전혀 없었기 때문에 더욱 흥미가 생겨났으며, 인터넷상에 퍼져있는 자료들과 Youtube에 있는 인 터뷰 영상들을 기반으로 연구를 했다. 그래도 궁금증이 풀리지 않는 부 분은 한국에서 Negative Harmony를 처음으로 알려주신 분께도 질문하 였고, 일본에서 Negative Harmony를 연구하고 있는 피아니스트를 소개 받아서 도움을 요청하며 연구에 몰두했다. 그 결과 Negative Harmony 는 기존의 화성학보다는 상위 개념으로 자리 잡고 있으며, 작곡의 단계 보다는 편곡의 단계에서 주로 사용된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본 연구 를 통하여 Negative Harmony가 대중적으로 더 많은 사람들에게 접근 이 용이한 이론이 되기를 희망한다. Popular music is continuously evolving. The era of easy listening music is gone. Now, song writers and arrangers are putting enormous effort to create new and different creation. The purpose of this thesis is to introduce, brand new theory, called ‘Negative Harmony’, which is introduced by the artist, Jacob Collier. I got fascinated by this topic since it was not possible to find any book or study on ‘Negative Harmony.’ So my study is based on information on internet and interview videos on YouTube. Further questions were answered by Korean pioneer who introduced ‘Negative Harmony’ and Japanese pianist who was studying on this topic. As a result, I found ‘Negative Harmony’ was considered as a super ordinate concept and used in the arrangement stage than songwriting stage. With my study, I strongly believe ‘Negative Harmony’ will become more popular theory which has easy access for everyone.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