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펼치기
        • 등재정보
          펼치기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펼치기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발표 이주헌, 토론 김구군 - 경주지역 목관·목곽묘와 사로국

        이주헌 한국상고사학회 2006 한국상고사학회 학술발표회 Vol.34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KCI등재

        녹지시설 개념을 적용한 청주시의 버스정류장 공공디자인

        이주헌,이애경,김양희 한국화훼산업육성협회 2010 화훼연구 Vol.18 No.4

        본 연구는 공공디자인으로서 버스정류장 디자인에 있 어 화훼식물 이용이 가능한 구도의 시설물계획과 제안에 목적이 있다. 계획에서 청주의 도시브랜드인 ‘직지’를 강조하기 위해 고인쇄박물관의 형태를 모티브로한 컨테이 너를 디자인하고 시설물의 상층부에 설치 계획하였다. 설치될 디자인 요소들은 이용자 행태분석을 통하여 이용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시설물들을 계획하였으며, 프레 임을 최대한 좁게 하고 벽면은 투명한 재질로 계획함으로 써 이용자의 시야의 확장을 의도하였다. 형태의 장식성을 줄이고 색체 또한 무채색을 주도색으로 사용함으로써 주변과의 융화에 중점을 두었다. This design study was conducted to plan and propose the bus-station as the public design for Cheongju City. The study was provided other purposes which designed its function as plant container and revealed the brand identity of Cheongju City, Jikji. At planning stage, design plant container with motif from top roof of the Early Printing Museum of Cheongju. And planed it located on the top of facility. The facilities, with design factors that increase satisfaction, were planed through the analysis of user behavior. The narrow frame and transparent wall were intended to establish clear sight for its users or pedestrians on road. In order to harmonize with urban surroundings, decreased the fanciness of designed figure and used achromatic color as lead main color.

      • KCI등재후보

        소외된 현대인의 자아인식을 위한 오리엔탈 디지털 미러의 구현

        이주헌 영상예술학회 2012 영상예술연구 Vol.0 No.21

        급속한 사회변화 속에서 자아의 정체성을 상실하고 소외되는 개인으로서의 현대인이 갖게 되는 각종 사회병리현상들은 또 하나의 사회불안 요소가 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의 배경은 물질만능주의, 외모지상주의 등 현대사회가 불러온 각종 병폐와 미디어의 급속한 확산과 영향력의 급증에 따라, 개인이 존재의미를 잃고 타인의 시선과 욕망에 의해 삶과 행동이 좌우되기 때문이다. 자아문제에 대해 관심이 많았던 서양철학에서는 이처럼 타인에 의해 자신의 행동양식이 좌우되는 문제를 인간성의 자기상실이라 하였고, 자신이 만든 피조물 혹은 문명에 의해 무력해지는 인간상을 자기소외의 문제로 인식하였다. 이러한 현대인에게 부조리한 현실을 인식하고 그 속에 매몰되어 왜곡된 자신을 돌아봄으로써, 참된 자아의 의미를 인식하여 스스로의 정체성을 확립하도록 하는 것은 중요한 일이며, 물질과 욕망에 의해 구속되는 자아를 극복하고 참된 자아를 찾는 하나의 해법으로서 동양에서 제시된 불교의 해탈과 도교의 무위자연의 의미를 되새겨 볼 필요가 있다. 이를 위해 본 연구에서는 관람객 스스로 자신의 모습을 되돌아 볼 수 있는 디지털 미러를 구현하였다. 디지털 미러는 작가의 의도에 따라 구현된 디지털 기술을 통해서 관람객의 내면을 표현하기 때문에, 작가에 의해 만들어진 관람객의 '인터랙티브 자화상'이다. 여기에서는 두 개의 벽이라는 공간 속에 현실과 이상을 상징하는 T-셔츠와 도자기 스크린이라는 오브제를 달아놓고, 배경은 그대로 비춰지면서도 관람객의 모습은 투명하게 지워지는 디지털 미러를 구현하고, 외형보다는 내면을 중시하는 동양적 가치관을 더욱 강조한 ‘오리엔탈 미러’라고 이름지었다. 이는 소외감을 극복하고 개인의 한계를 초월하여 해탈과 무위자연의 경지에 이르기를 주장한 불교와 도교의 동양사상을 바탕으로 한 자아관을 표현하기 위한 장치로서, 물질적 욕망과 외모에 대한 과도한 관심, 타인의 시선에 대한 지나친 의식 등의 부조리한 현실과 이를 극복하기 위한 이상적 자아관을 인터랙티브 미디어 작업을 통해 구현한 것이다. 공간적 배치를 위한 두 개의 벽, 시각적 효과를 위한 디지털 미러, 그리고 물질만능주의의 현대와 느림의 미학과 사람의 정성이 드러나는 이상적 사회를 극명하게 대비하기 위해 사용된 대량생산된 공산품인 T-셔츠와 수작업으로 제작된 도자기 묶음 등은 물질만능주의, 외모지상주의, 미디어의 범람 등으로 인해 소외된 현대인들이 왜곡된 자아를 인식하고 자기소외를 극복하여 참된 자아를 찾아가도록 동기를 부여한다. 즉, 물질과 외형지상주의에 의해 왜곡된 현실에서 벗어나서 헛된 욕망과 타인의 시선에 의해 좌우되어 소외된 자신을 극복하고 이상적 자아로서의 자신의 모습을 인식하게 하고, 이를 통해 동양적 사상에서 말하는 해탈한 자아, 무위자연의 경지에 이른 참된 자아의 모습을 떠올리게 한다. 본 연구를 통해 구현된 작품은 효과적인 공간구성과 소재들의 배치를 통해서, 왜곡된 현실에 의해 소외된 현대인의 모습을 표현하고 있으며, 이러한 현실을 인식하고 참된 자아로 나아가야만 하는 관람객의 모습을 제시함으로써, 동양사상에 근거한 디지털 미러로서의 의미를 효과적으로 제시하고 있다.

      • KCI등재

        협력적 프로스포츠 거버넌스 모형에 관한 연구

        이주헌,노은이 한국국정관리학회 2012 현대사회와 행정 Vol.22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프로스포츠는 하나의 문화현상으로, 또한 지역산업으로 현대 도시 시민들의 일상에 깊이 뿌리내리고 있으며, 우리나라에서는 1982년 프로야구가 도입된 이래 점진적으로 시민들의 일상에 밀착해왔다. 이러한 프로스포츠는 도시 시민들의 삶의 질에 큰 영향을 미치는 대표적인 레저로 평가되고 있다. 하지만, 프로스포츠의 역할이 증대함에도 불구하고, 프로스포츠의 적절한 공급주체는 누구인지, 프로스포츠 관련 당사자들간의 관계는 어떻게 구성되어야 하는지, 그리고 과연 바람직한 프로스포츠 운영모델은 무엇인지에 대한 연구는 현재까지 부재한 실정이다. 본 연구는 프로야구를 대상으로 현재 프로스포츠 거버넌스의 현황을 파악하고, 거버넌스 시나리오 분석틀을 통해 협력적인 프로야구 거버넌스에 영향을 미치는 주요 요인을 파악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본 연구는 또한, 프로스포츠 관련 정책문제에 적절하기 대응하기 위해서는 프로스포츠 운영의 주요 관련자인 프로구단과 지방자치단체, 그리고 시민사회간 협력의 제도화가 필요한 상황이며, 이러한 협력을 위해서는 우선적으로 거버넌스 대상문제의 복잡성을 해소하고, 이해 당사자간의 소통기제가 마련되어야 한다는 것을 사례분석을 통해 주장한다. 마지막으로 본 연구는 프로야구를 중심으로 한 프로스포츠의 도시거버넌스에서의 역할이 무엇인지 살펴보고, 프로구단과 지방자치단체, 그리고 시민사회의 적절한 역할분담 및 협력기제를 위한 실천적인 정책대안을 제시한다.

      • KCI등재

        공주 송산리고분군의 조영가계와 피장자

        이주헌 한국고대사탐구학회 2019 한국고대사탐구 Vol.32 No.-

        Ancient Tombs in Songsan-ri show the influence of the Chinese Southern Dynasties which maintained the tradition of arranging a family cemetery according to the principles of Pungsu (or Feng Shui), as shown by the way in which tombs (about 20 in total) are arranged in dense groups along the two mountain ridges, one in the east and the other in the west, with Songsan Mountain to the north. It has generally been believed, at least since the discovery of King Muryeong's memorial plaque at his tomb, that this cluster of ancient tombs in Songsan-ri includes those of the four kings who ruled Baekje during the Ungjin period, from King Munju to King Muryeong, along with members of their families. Ancient tombs in Songsan-ri built in the Ungjin period were managed under the influence of the tradition of the family cemetery maintained by the rulers of the Southern Dynasties in China, by which graves were arranged in groups of different generations on separate mountain ridges. Of these, the Songsalli type of stone-chamber tombs numbered 1 to 4, which feature similar forms and structures, are believed to have been connected with King Munju and King Samgeun. Experts also presume that King Dongseong, who was murdered in 501, was buried in Gyocholli Tomb No. 3, a brick chamber tomb, which was built before Tomb No. 6. The use of bricks to build the burial chamber is believed to have been connected with the brisk cultural exchange between Baekje under the reign of King Dongseong and the Chinese Southern Dynasties. The wooden coffin and iron osu (or wu zhu) coins discovered at King Muryeong's Tomb suggest that the remains of King Muryeong and his queen were moved from Songsalli Tomb No. 6 around 541 by his son, King Seong. The murals and inscribed ceramic tiles discovered at that tomb also suggest that it was used to enshrine the body of King Seong, who was killed during the Battle of Gwansanseong, by the powerful aristocrats who opposed the war. Considering that there are still several issues regarding early Korean history awaiting deeper study, the analysis and understanding of archaeological findings based on historical facts will provide a tool for breaking with fixed ideas and views in order to uncover more historically accurate perspectives. This is precisely what is needed for further study of the archaeological discoveries connected with Baekje. 공주 송산리고분군은 풍수지리를 고려하여 가족장제를 선택한 중국 남조의 영향으로 왕가의 능묘를 구릉별로 군집시켜 배치한 밀집형 능원으로 조성한 점이 특징이며, 송산을 북쪽에 두고 동쪽과 서쪽능선 상에 20여기의 능묘가 조성되어 있다. 그 동안 이 능묘의 피장자로는 웅진 천도 이후 재위하였던 문주왕 ~ 무령왕까지 4명의 왕과 그들 가계의 무덤이 모두 이곳에 마련된 것으로 인식하였으며 묘지석을 갖춘 무령왕릉의 발견으로 학계에서는 이를 통설로 받아들이고 있다. 하지만, 최근에 이루어진 송산리와 교촌리고분군의 재발굴조사와 하루 밤 만에 거칠게 조사가 마무리된 무령왕릉에 대한 새로운 해석은 웅진시기 백제 왕가의 능묘에 대한 기존 인식의 한계를 지적해 주고 있을 뿐만 아니라 웅진천도를 전후하여 혼란스러웠던 당시의 역사적 사실에 대한 고고학적 정합성이 필요함을 인식하게 한다. 이는 선학의 연구에서 미흡하였던 부분에 대한 필요충분조건으로 문헌기록과 고고자료와의 괴리를 최대한 좁히는 과정이기도 하다. 따라서 웅진기에 조영된 송산리고분군은 가계별로 능선을 분리하여 능원을 조영하는 남조의 가족장제 축조원리에 따라 운영되었으므로 형태와 구조가 유사한 ‘송산리형’ 석실인 1~4호분의 피장자상은 문주-삼근왕계로 파악된다. 또한, 501년에 피살된 동성왕은 6호분 보다 먼저 축조된 교촌리 3호 전실묘에 안장된 것으로 추정되는데, 이는 동성왕대의 활발한 대중교섭 행위에 기초한 결과이기도 하다. 한편, 무령왕릉의 목관과 철오수전의 부장양상으로 보아, 무령왕과 왕비는 성왕에 의해 541년 무렵 송산리 6호분에서 천장된 것으로 파악된다. 그리고 송산리 6호분은 벽화의 상태와 출토된 명문전을 근거로 볼 때, 관산성 전투(554년)에서 사망한 성왕의 유해가 당시 백제의 정계를 장악한 주화파 귀족들에 의해 이곳에 봉안되었을 것으로 추정할 수 있다. 아직도 해결해야 할 난제가 산적한 우리 고대사 연구에 있어서 역사의 팩트에 상응하는 고고자료의 분석과 이해는 고정관념을 깨트리는 도구이자 현실을 바르게 보는 눈이므로 앞으로 백제고고학에서 폭넓게 적용되기를 기대한다.

      • KCI등재후보

        어린이 놀이로서의 인터랙티브 미디어 설치

        이주헌,양소정 예술과미디어학회 2013 예술과 미디어 Vol.12 No.1

        Interactive media installation works prompt imagination and stimulate five senses to give new aesthetic experience via emotional and physical interaction and voluntary participation. With these features, interactive media installation works prove their own effectiveness as a plaything for children as well as induce children to interact physically with those works. Additionally, they make children have curiosity spontaneously and enjoy it like a play with being immersed in works for a long time. This means that the interactive media installation works can be fairly valuable whereas the existing digital playthings often give bad influence to children. In this study, several interactive media installation works are introduced, which act as a good plaything by bring interactive and communal manner. Those works induce the audience, especially children, to play with virtually falling rain drops which interact not with other objects but only with the body of the audience. And they give xylophone sounds or change into fireworks with bouncing only when they are touched by the body of audience. Thorough these works, interactive media installation shows a possibility of an excellent digital play for children without the bad antisocial influence which the existing digital games may have. 인터랙티브 미디어 설치작품들은 관객의 호기심과 상상력, 오감을 자극하여 정서적 물리적 상호작용과 자발적 참여를 이끌어내고 새로운 미적 경험을 제공할 뿐 아니라, 어린이용 놀이로서 놀이 본연의 가치를 드러내는 장점이 있다. 이는 어린이의 감성발달과 창의성 향상에도 매우 중요한데, 본 연구에서 제안된 인터랙티브 미디어 설치작품들은 어린이 놀이로서 이러한 장점들이 잘 드러난다. 또한, 호기심을 자연스럽게 유발하고 장시간 작품에 몰입하여 놀이처럼 즐기게 함으로써, 기존의 디지털 놀이기기들이 가진 부작용의 염려를 크게 줄일 수 있음을 보여준다. 제시된 작품들은 관객의 적극적인 반응을 이끌어내는 인터랙티브 미디어 설치작품으로, 관객들은 자신의 몸에 반응하는 가상의 이미지들과 상호작용하며 놀이를 하듯 작품을 감상한다. 이 때, 다양한 무지개색의 물방울, 형형색색의 불꽃, 실로폰 소리 등을 통해 오감을 자극함과 동시에 관객의 몸에만 반응하게 하여 관객의 적극적 신체활동을 유발한다. 이는 기존의 디지털기기의 놀이와 달리 놀이 본연의 가치가 잘 드러나며 다수가 동시에 즐길 수 있어서 타인과의 교감에도 유익하다.

      • 삼한의 목관묘에 대하여 - 영남지방출토 자료를 중심으로 -

        이주헌 한국대학박물관협회 1994 고문화 Vol.44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